Page 1


Edgewood

Olympia

new

가격 15만,일매상 1500,

new

$453,000

$464,654

7035 prairie Ridge Dr Ne, Olympia, WA98516 방3,화장실 2,1792 sqft 단층집.1에이커가 넘는 땅에 과일과 야채밭이 있고 RV garage가 있어 New Home 3Beds2.50 Baths, 2,050SqFt, Year Built2019 전원생활을 꿈꾸는 분들에게 제격인 집입니다.

Federal Way

Federal Way

렌트3200,성업중인 햄버거샵. 직원들로만 운영되는가게.

$995,000 2018년,방4,화장실3, 2097Sqdt, Garage 2 Quadrant home이 지은 모던한 타운하우스로 현주인이 사서 입주하지 않았던 새 집으로 모든 바닥을 나무로 업그레이드 하였습니다. 벨뷰다운타운과 10분거리로 출퇴근은 물론 편의시설이용이 모두 용이한 위치입니다. 쇼잉을 원하시면 연락주십시오.

Puyallup $524,950

$639,500 33604 4th Ave SW, Federal way, WA 98023 3bes,1Den,2.5Baths,3 car garage,3,210Sqft,Year built:1991

$389,500 3bederooms,3baths,1,640 Sqft,lot 5921Sqft

Hamburger

5Beds2.75 Baths, 3,038SqFtYear Built2019 Premium lot on green belt! $3,000 buyer bonus towards upgrades plus additional bonus with preferred lender! This home features a Beautiful gourmet kitchen with award winning cabinets, oversized quartz island, elegant tile & backsplash! Laminate wood floor throughout the main.

new

T

HO

new

Yogurt shop 가격 $159,950, 월매상 3만, 재료비21%, 렌트7000. 깨끗하고 쉬운 운영. 주인이 하루 2-3시간 일하고 6천불 가져 감. 새 샤핑몰에 위치, 현주인 3년 운영

Togo 비빔밥집 가격 17만, 일매상 $1,300(세금, 딜리버리 fee 제외한 Net sales), 1450 Sqft, 주 5일 장사, (11:30 AM-2:30PM) 렌트 $3,400 (Included Water $ sewer) 간단 한식메뉴로 togo가 많고 시간이 짧아 운영이 쉬운 가게 저녁오픈 가능

Teriyaki & Sushi 월매상 53000, 렌트 $4800(TN포함),가격 28만, 부부가 일하고 월11000순수익, 현주인 4년 운영, 건강상 이유로 매매 원함

Federal Way

Rented at

Sushi

$4,950

Beautiful Views from this New Home in Desireable Dumas Bay area. floorplan w/kitchen as the true 1641 108th Ave SE, Bellevue, WA98004 Open heart of your home, oversized island 3,080 Sq ft, Finished basement: 1,110 sq ft, & dual sliders lead to spacious covered 3Beds2.50 Baths, 2,000SqFtYear Built1988 4bedrooms, 2.5 baths, 2 Car garage, land:6,555 Sq ft patio.

$445,000

Auburn

Federal Way

$395,000

$205,000 2 Beds,2baths, 884 Sqft,year built 1990

2

813호

3 bedroom, 2.5 bath, 1,828 Sqft, 2 garage, year built 2,006 Gate가 있는 동네에 깨끗한 집으로 주변에 공원과 편의 시설, 학교가 가까와 생활하기에 적합한 매물입니다. 쇼잉을 원하시면 연락 주십시오.

November 08, 2019

Deli & Grocery

월매상 $66,000, 가격 25만 시애틀 East lake의 고급 콘도와 사무실 주변에 위치하여 소매가가 높아 마진이 40%로 좋은가게. 일매상 중 600불에서 900불이 델리매상. 현주인이 7년 운영하고 있고 아파트 옥상에서의 Gas works park을 바라보는 시애틀 다운타운 뷰는 덤.

$399,999

Grocery 월매상 46,000,가격 18만, 렌트 3500.

12519 SE 41st Pl, B301,Bellevue, WA98006 I 405, Exit 10, Coal creek Pkway SE, turn left toward 124th SE, Turn right onto SE 41st Pl,Condominium Community name is Current. Top floor END UNIT 2 bedroom condo in Bellevue. Spacious living room leads to balcony for private & cozy space. Kitchen w/ Granite counter top, nice cabinet & breakfast bar w/ tile flooring. Master bedroom has private vanity. Full bath tub w/ glass sliding door.

Hot Price


November 08, 2019

813 호

3


Sonny Nguyen 소니 응우옌

4

813호

Liandra Marchan 리안드라 마찬

November 08, 2019

Rick Park 릭박

Angel Chenaur 엔젤 쉬나

Mick Pusztai 믹 푸즈타이

Dave Mann 데이브 맨


사실 때도 파실 때도

최선을 다해 함께하는 부동산

스트립 몰 NEW

Motel

 매매가: $375만 유닛: 11, CAP 6.6%, 100% 어큐펀시

 매매가: $285만 유닛: 2, CAP 6%, 100% 어큐펀시  매매가: $670만 유닛: 11, CAP 7% 벽돌로 잘 지어진 새건물, 교통의 중심지 NEW  매매가: $425만 유닛: 4, CAP 6.03% NEW  매매가: $280만 유닛: 4, CAP 7.67%  매매가: $130만 유닛: 4, CAP 7%  매매가 :$130만 그로서리 & 주유소 + 4 Units(모든 테넌트 재계약 완료)  매매가: $230만 유닛: 9, Hwy 99 선상  매매가: $255만 유닛: 90, 3층 건물

NEW NEW NEW

NEW

매매가: 매매가: 매매가: 매매가: 매매가: 매매가:

$630만 Unit 109개, 연매상 180만 $500만 Unit 55개, 연매상 120만 $420만 Unit 60개, 연매상 90만 $540만 룸 77개, Lot 1.14Acre $2.6밀리언 룸 55개 $47만 유닛 13

NEW

Hotel 매매가: $12.5M 유닛: 122, 컨퍼런스룸, 완벽한식당 매매가: $950만 유닛: 92

테리야끼

 매매가:  매매가:  매매가: NEW  매매가:  매매가 :$230만 8 Units  매매가: $170만 유닛: 3, CAP 7% NEW  매매가: NEW  매매가: NEW  매매가:  매매가:  매매가:  매매가: $120만 9 Units, CAP 8.4%  매매가:  매매가:  매매가: NEW  매매가: $23만 일매상 $1,600 렌트 $3,300+3N  매매가: NEW 매매가: $38만 일매상 $2,200 렌트 $5,000 매매가: $25만 일매상 $1,500 SOLD $1,850 렌트 $4,500+3N  매매가 :$33만 일매상  매매가: NEW 매매가: $45만 일매상 $2,500 렌트 $3,900 NEW  매매가: 매매가: SOLD NEW  매매가: NEW  매매가: $15만 일매상 $1,600 NEW  매매가: SOLD $2,000 렌트 $3,700 SOLD  매매가:  매매가: $39만 일매상 SOLD  매매가:  매매가: $16만 일매상 $1,300 렌트 $3,000+3N, 2,000SQ NEW NEW

듀플렉스

햄버거

델리 & 미국식당 스시

 매매가: $45만 일매상: $3,000 렌트 $5,600  매매가: $13만 일매상: $1,000 렌트 $3,030고정, 2,500sq

 매매가: $32만 월매상 $28,000 현주인 26년 운영

NEW

 매매가: $27만 월매상 $20,000 현주인 11년 운영

$80만 일매상:$6,000 side인컴 $2,500 $48만 월매상:10만 렌트 $4,800 $32만 월매상:10만 렌트 $2,800(살림집 있음) $15만 월매상: $6만 렌트 $2,400+3N포함 $77만(건물 포함) 월매상: $6만 $48만 월매상 $130,000, 렌트 $5,300+3N $32만(건물 포함)  매매가: $35만(건물 포함)

Pho

$4만5천 일매상: $400  매매가: $25만 일매상: $1,700 렌트 5,600 매매가: $10만 일매상: $1,000 렌트 3,200 SOLD  매매가: SOLD $35만 일매상: $2,000 렌트 3,700

현재 오픈 오후4시~10시, 점심테리야끼 추가하면 매상증가 확실

NEW

그로서리

NEW  매매가:

 매매가: $40만 일매상: $2,500 (완벽한 실내장식, 쇼핑의 중심지에 위치)

세탁소

$23만 일매상: $1,800 렌트 $3,700+3N $53만 일매상: $2,900 렌트 $4,300+3N SOLD $2,800 렌트 $5,030+3N $50만 일매상: $62만 일매상: $3,500 렌트 $5,300+3N SOLD $1,800 렌트 $2,900+3N $23만 일매상: $200만(건물포함) 일매상: $4,000 $35만 일매상 $2,000 렌트 $3,200 SOLD $3,000 $42만 일매상: $38만 일매상: $2,000 렌트 $3,700 $15만 일매상: $1,500 $32만 일매상: $1,900 렌트 $3,500+3N $22만 일매상: $1,500 렌트 $2,890+3N $15만 일매상: $1,350 렌트 $3,425(5yr 고정)

테리야끼 & 쌀국수 NEW

90% 단골, 새 장비, 새 기계, 쾌적한 인테리어

 매매가: $15만 일매상: $1,200  매매가: $22만 일매상: $1,500 렌트 $4,080

모빌홈

단골손님 고정매상

NEW

스모크 샵  매매가:  매매가:  매매가:  매매가:

$20만+인벤토리 $22만+인벤토리 $22만+인벤토리 $17만+인벤토리

월매상: 9만, 렌트 $4,200 일매:$2,500 렌트 $1,800+ 3N(경쟁없는 지역) 일매상: $2,500, 렌트 $1,800+3N 일매상: $1,700, 렌트 $1,700+3N

 스트릿몰: $270만

UP 1,740Sf Retail $2,200 +3N

 매매가: $480만 35Units(포텐셜 많음), 1999년생, water&sewer  매매가: $112만5천 3.55에이커 인컴 $92,400  매매가: $25만+인벤토리 15년운영

뷰티 서플라이 당구장

Lorem ips

렌트$2,125(3N포함), 스포켄지역

 매매가: $4만

 Office 건물: $250만 9 Units (임대가능) Offce 1,000Sf $1,500+3N/임대 850Sf $1,300+3N  모텔: $240만

November 08, 2019

813 호

5


6

813호

November 08, 2019


Special Sale

Hand Lotion

$15

$12

Foot Lotion

$15

$12

Face Lotion

$15

$12

Body Lotion

$15

$12

린우드 지역

Beauty Cosmetic(G마트내) 425-921-6980

드봉화장품(H마트내) 425-640-6757

화장품나라(헤어센스내) 425-478-1518

타코마 지역

클라피엘화장품(팔도식품내) 253-797-5425

팔도건강센타(팔도식품내#120) 253-682-4003

조아라랜드(아시안마켓옆) 253-589-8341

레이크우드 지역

Young Health(타코마H마트내) 253-355-1012

훼더럴웨이 지역

라파헬스(H마트내) 253-946-1103

미미화장품(H마트내) 253-941-8875

November 08, 2019

813 호

7


상업용 부동산은

김원현 부동산

김원현 Won Kim

206.370.2382

wonkim1974@hotmail.com

이달의 핫 리스팅

비즈니스 파실분/사실분 연락주세요 호텔/모텔

그로서리(비지니스)

테리야끼 $820,000

1. $470,000 / 월매상: $135,000

일매상: $4,000

2. $275,000 / 월매상: $60,000 (28%) New Lease: 5+5 years

테리야끼 $89,000

일매상: $900 / 주인 융자 가능함

3. $270,000 / 월매상: $46,000 (40%)

테리야끼 $220,000

4. $75,000 / 월매상: $38,000 (30%)

일매상: $1,500 / 주인 융자 가능함

테리야끼 $250,000

일매상: $2,000 / 주인 융자 가능함

테리야끼 $490,000 &Roll 일매상: $3,000 / 부부 환영 월매상: $70,000 주인 직접 운영시 매상 상승 가능

한국식당 $200,000

그 로 서 리 (부동산

/ 오너 캐리 가능

월매상: $45,000 BBQ 후드 10개 있음(고기부페 가능함)

햄버거 $720,000

부동산 포함

일매상: $1,250 / 유경험자 환영

Year Income

1. $540,000 2. $810,000 3. $4,750,000 4. $7,200,000 5. $10,000,000 6. $12,000,000

Room

$180,000 $270,000 $950,000 $1,600,000 $2,300,000 $3,000,000

24+M/G 26+M/G 86 Franchise 122 Franchise 120 Franchise 155 Franchise

상가건물

테리야끼

1. 2. 3. 4. 5.

1. $180,000 / 일매상: $1,300 2. $250,000 / 일매상: $1,600 3. $280,000 / 일매상: $1,800

일본식당 $255,000

Asking Price

1. $580,000 (살림집 포함) 월매상: $65,000 (35%) 2. $295,000 월매상: $45,000 (25%)

포함)

$320만 $210만 $136만 $111만 $250만

NOI: NOI: NOI: NOI: NOI:

$225,000 $147,000 $95,000 $77,900 $190,000

주 유 소 (부동산

CAP: CAP: CAP: CAP: CAP:

7% 7% 7% 7% 7.5%

포함)

1. $220만 / IN: $70,000 Gas:$47,000 / 다른 인컴 $5,400 2. $300만 / IN: $140,000 Gas:$30,000 / 다른 인컴 $10,000

커머셜 빌딩 / 상가 투자 전문 김용규 Young Kyu Kim

Real Estate Broker

주택 콘도, 아파트, 투자성 상업용 부동산 사실 때나 파실 때 가장 먼저 기억나는 부동산

property8949@hotmail.com

“My goal as your broker is to satisfy both the seller and buyer.”

206.335.8949

8

813호

November 08, 2019


호텔 모텔 상업용 빌딩/1031 Exchange 상담 모텔 / 상가 / 아파트 / 주택 / 비지니스를 찾으십니까? www.seattlebudongsan.com을 검색하시면 됩니다.

Broker 도병호 대표 Brian Do

성공 비지니스의 첫 단계! 좋은 사업체의 선택입니다.

briando@realtyall.com

206.228.4989

MOTEL

LISTING NO. M 12 M 50 M 52 M 54 M 57

YEAR SALES $632,000 $3,000,000 $298,000 $969,000 $530,000

UNITS 50+ 100+ 20+ 80+ 50+

FRANCHISE NO FRANCHISE NO FRANCHISE FRANCHISE

PRICE $2,690,000 $12,000,000 $850,000 $4,000,000 $2,150,000

COUNTY CLALLAM KITSAP CLALLAM PIERCE GRAYS HARBOR

GAS STATION

LISTING NO. GS 51 GS 52 GS 53 GS 54 GS 55

INSIDE / MO $50,000 $80,000 $100,000 $85,000 $100,000

GAS GAL / MO $50,000 $35,000 $35,000 $30,000 $25,000

PROPERTY INCLUDED INCLUDED INCLUDED RENT $6,800 INCLUDED

PRICE $1,495,000 $1,600,000 $1,700,000 $550,000 $2,300,000

COUNTY YAKIMA SNOHOMISH CLALLAM KING WHACOM

206-335-8949

DANIEL KIM LYDIA LEE 253-232-8949

식당전문/주택콘도/은행 소유 투자용 부동산 Safe Way / Fred Meyer / Shopping Center 상가 식당 렌트 금주의 핫 리스팅

이원규 Won Lee

Real Estate Broker

206.229.6229

Lease 건평 1,200sf 렌트 $3,200

테리야끼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NEW 매매가 CED 매매가 REDU W NE 매매가 NEW 매매가 매매가 NEW CED 매매가 REDU CED 매매가 REDU CED 매매가 REDU ING 매매가 PEND 매매가 매매가 SOLD 매매가 SOLD 매매가 SOLD 매매가 SOLD 매매가

$85만 $48만 $12만 $7만 $6만 $12만 $16만 $9만 $19만 $12만 $20만 $40만 $25만 $23만 $35만

4989seattle@gmail.com

한식당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일매상

$4,200 $3,000 $1,000 $1,100 $800 $1,350 $1,500 $650 $1,650 $1,200 $1,700 $2,500 $1,800 $1,800 $2,000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렌트

$4,450 $3,400 $5,500 $2,450 $3,200 $2,450 $2,250 $3,300 $2,300 $3,600 $3,700 $3,400 $6,000 $3,450 $4,600

일식당 1. 매매가 $20만 월매상 $40,000 렌트 $2,400 NEW ING $12만 D 월매상 $45,000 렌트 $3,200 2. 매매가 N E P 3. 매매가 $16만 월매상 $40,000 렌트 $3,200

CED REDU

1. 매매가 2. 매매가 3. 매매가 CED 4. 매매가 REDU 5. 매매가 6. 매매가 7. 매매가 8. 매매가 SOLD ING 9. 매매가 PEND SOLD 10. 매매가

$28만 $26만 $15만 $60만 $85만 $18만 $58만 $5만 $95만 $75만

월남식당 월매상 월매상 월매상 년매상 년매상 일매상 년매상 일매상 년매상 년매상

$80,000 렌트 $55,000 렌트 $45,000 렌트 $100만 렌트 $160만 렌트 $1,600 렌트 $100만 렌트 렌트 $800 $150만 렌트 $130만 렌트

$4,100 $4,500 $6,000 $5,200 $4,500 $4,000 $4,900 $3,000 $8,400 $4,600

햄버거 D DUCE

1. 매매가 $19만 일매상 $1,800 렌트 $5,600 RE W E N $17만 일매상 $1,200 렌트 $2,700 2. 매매가

아시안 식당 1. 매매가 $35만 건평 3,800sf 렌트 $9,000 벨뷰 2. 매매가 $35만 건평 3,000sf 렌트 $12,000 벨뷰

투자용 주택 1. 매매가 $40만 6유닛 2,120sf 월인컴 $2,200 NEW 2. 매매가 $97만 4유닛 5,800sf 월인컴 $5,600

1. 매매가 NEW 2. 매매가 3. 매매가 4. 매매가

$16만 $13만 $28만 $38만

월매상 월매상 월매상 월매상

렌트 렌트 렌트 렌트

$40,000 $20,000 $50,000 $60,000

$4,500 $2,800 $4,900 $4,800

델리 1. 매매가 $10만 일매상 $1,000 주인은퇴 급매 NEW ING $3만5천 렌트 $2,000 2. 매매가 시애틀 대학가 PEND 3. 매매가 $29만5천 렌트 $5,000 월매상 $5만8천

식당렌트 1. 건평 NEW 2,600sf 렌트 $3,000 식당 시설 단독건물 2. 건평 NEW 1,200sf 렌트 $3,200 마켓 시설 킹카운티 3. 건평 1,100sf 렌트 $2,700 식당 시설 제공

주택/콘도 1. 매매가 NEW 2. 매매가 3. 매매가 4. 매매가 ING 5. 매매가 PEND

$20만 $45만 $19만 $15만 $18만

콘도 주택 콘도 콘도 주택

방2+화2 방5+화2.75 방2+화1 방3+화2.5 방3+화1

November 08, 2019

훼더럴웨이 훼더럴웨이 훼더럴웨이 훼더럴웨이 훼더럴웨이

813 호

9


www.hlg.lawyer

페이지 리

(Paige Lee)

Cell: 206.773.8180 Direct: 206.492.7722 Fax: 206.492.7723 E-mail: paige@hlg.lawyer

각종 상해사고/ 목허리부상 부당한 죽음/ 보행자 사고 뇌손상 사고/ 낙상사고 오토바이 사고/ 비행기 사고 제조물로 인한 상해

줄리 황

Cell: 206.409.4611 Direct: 206.457.4200 Fax: 206.457.4201 E-mail: julie@hlg.lawyer

허만 법률 그룹 HERRMANN LAW GROUP 시애틀 사무실

505 5th Ave. S, Suite 330 Seattle, WA 98104 T_206-625-9104 F_206-682-6710 10

813호

November 08, 2019

(Julie Hwang)

타코마 사무실

1535 Tacoma Ave. S. Tacoma, WA 98402 T_253-627-8142 F_253-627-1835


November 08, 2019

813 호

11


12

813호

November 08, 2019


Acupuncture care Wellness 한의원

전통 한 한방 침으로 만성질환, 통증 등 치료해드립니다.

Kay Kim, L.Ac.

한의사 김기상 원장

Acupuncture care Wellness Tel: 206.664.1351

34730 Pacific Hwy S. Federal Way, WA

광고문의 / 독자제보 (253) 838-8380

November 08, 2019

813 호

13


성도들이 새로 부임한 Sang Grossi 목사 부부를 위해 기도를 하고 있다.

찬양단이 예배에 앞서 찬양을 인도하고 있다.

“하나 되어 말씀 전하는 교회가 되겠다” 시애틀 하나교회, 지난 3일 Sang Grossi 담임목사 취임예배 개최 300여 성도 참석…시애틀 메디칼 후원 무료 독감 예방접종도 실시 한인 2세이면서도 한국어를 자유 롭게 구사하는 Sang Grossi(이상균) 목사가 시애틀 하나교회 담임목사로 취임했다. ‘하나 되어 말씀 전하는 교회’ 시애 틀 하나교회는 지난 3일 300여 명의 성 도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Sang Grossi 담임목사 취임예배를 개최했다. 담임목사 취임을 축하하기위해 방 문한 홍성준 목사가 기도를, 오대원 목 사가 설교를, 마크 스미스 목사가 축

이혜원씨가 특송을 하고 있다.

도를 맡았으며, 특별히 '노찾사 가수' 이혜원씨가 특송으로 자신의 히트곡 '플라잉 하이'를 불러 취임예배를 더 욱 풍성하게 했다. 시애틀 하나교회의 유일한 장로인 민명기 장로는 “Sang Grossi 목사님 은 벨뷰 사랑의 교회서 아이들을 잘 돌보시고 저희 교회에서 협동목사로 잠시 계시다가 이제 담임목사님으로 오시게 됐다”며 “초빙투표에서 만장 일치로 통과될 정도로 모든 성도들의

Sang Grossi 목사가 인사를 하고 있다.

오대원 목사가 설교를 하고 있다.

이인애씨가 특송을 하고 있다.

Sang Grossi 목사님에 대한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민 장로는 이어 “이제 Sang Grossi 목사님께서 오신만큼 앞으로 우리 시 애틀 하나교회는 ‘하나 되어 말씀 전 하는 교회’, ‘순종하여 기적이 일어나 는 교회’가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민 장로는 또 “벌써 우리 교회에 서 2가지 기적이 일어났는데 첫 번째 는 목사님이 한국말로 설교를 할 수 있는 것이며, 두 번째 기적은 초빙투

홍성준 목사가 기도를 하고 있다.

표에서 만장일치로 통과된 것”이라 고 소개했다. 성도들이 정성스럽게 준비한 환영 영상 메시지에 이어 강단에 선 Sang Grossi 목사 부부는 유년부 학생들로 부터 꽃다발 세례를 받았다. 이어 Sang Grossi 목사는 “민 장 로님께서는 2번째 기적까지만 말씀 하셨는데 3번째 기적도 있었다”며 “ 오늘 한국어시험에 통과했다는 것이 다”라고 말해 성도들의 박수세례를 받기도 했다. 한인 2세이면서도 유머러스하면서 한국어와 영어도 완벽하게 구사하는 Sang Grossi 목사는 “헤셋은 사랑과 헌신의 뜻을 품고 있다”면서 “하나님 의 헤셋 때문에 여기 서있는 것을 고 백할 수밖에 없다”며 “오늘 이 자리

는 담임목사가 부임한 하나교회를 축 하하는 자리가 아니라 하나님의 자녀 가 된 것을 축하하는 자리가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오대원 목사도 고린도후서 13장 11 절~14절을 인용한 설교를 통해 “계약 은 끊을 수 있지만 언약은 영원한 것” 이라며 “우리는 결혼을 한 것이고 결혼 은 계약이 아니라 언약”이라고 말했다. 한편 교회 측은 이날 예배에 참석 한 300여 명의 성도들에게 정성스럽게 준비한 선물과 음식을 대접했으며, 시 애틀 메디칼을 대표해 참석한 이영호 장로는 참석자들에게 무료로 독감예 방 백신을 접종해 큰 호응을 얻었다. ▲주소: 4514 84th St SW Mukilteo, WA 98275 박재영 기자

민명기 장로(오른쪽)가 Sang Grossi 목사 부분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마크 스미스 목사가 축도를 하고 있다.

시애틀 메디칼을 대표해 방문한 이영호 장로가 독감 백신 접종을 한 사람을 파악하고 있다.

델타항공, 국제선 메인 캐빈(일반석) 서비스 제공 개시 페더럴웨이 한인회, 바둑모임 개최 와인‘벨리니’포함 웰컴 칵테일과 핫 타월 서비스 등 풍성한 서비스 제공 델타항공(Delta Air Lines)가 6 시간 반 이상 비행하는 국제선을 이 용하는 고객에게 항공업계를 선도하 는 메인 캐빈(일반석) 서비스 제공을 시작했다. 델타항공은 차별화된 메인 캐빈 서 비스를 위해 과일향 스파클링 와인 ‘ 벨리니’를 포함한 웰컴 칵테일을 시작 으로, 핫타월 서비스, 프리미엄 에피타 이저 옵션과 더욱 풍성해진 주요리 등

14

813호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델타항공 이태환 차장은 “고객의 기 내 경험의 시작과 끝을 책임지는 사 무장은 출항 전 탑승구에서 사전 운 항정보를 소개하고 직접 고객을 맞이 하여 승무원과 고객이 유대감을 느끼 고 더욱 기억에 남는 즐거운 비행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면서 “델타항 공은 고객 경험 향상을 위해 수십 억 달러 규모의 투자를 지속하여, 이번에

November 08, 2019

새로 선보이는 국제선 메인 캐빈 서비 스 역시 이러한 노력의 일환이며, 일 부 미 대륙 횡단 노선의 무료 기내식 서비스, 기내 무료 문자 서비스, 기내 무료 엔터테인먼트 프로그램 및 거의 모든 항공편에서 제공되는 기내 와이 파이 서비스 및 스파클링 와인 추가 와 더 다양해진 스낵 옵션이 이에 해 당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최근 업그레이드된 델타 원

11월 9일부터 매주 토요일 1시~3시 페더럴웨이 한인회관서 페더럴웨이 한인회는 11월 9일 부터 매주 토요일 1시~3시에 페더 럴웨이 한인회관(500 S 336th St Federal Way, WA 98003)에서 바 둑모임을 개최한다. 오시은 회장은 “바둑을 좋아하 비즈니스클래스에서는 유명 셰프가 개발한 시즌별 기내식과 주요리 사 전선택, 이태리 명품 알레시(Alessi)

시는 분들은 한번 오셔서 바둑도 배우시고 좋은 친구들도 만나보실 기회가 되셨으면 좋겠다”며 “같은 시간에 한국 도서관도 운영하니 바 둑도 하고 독서도 하시길 바란다” 고 말했다. 식기 사용 등으로 고객의 편의 및 만 족도 향상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고 밝혔다.


KOMKED 대표 김백석 목사가 MK들의 고충에 대 해 설명하고 있다. 이혜원씨와 김은혜씨가 듀엣으로‘주 하나님 지으신 세계’를 부르고 있다. 샛별예술단 단원들이 상모돌리기를 하고 있다.

“MK사역 후원은 선교사의 눈물 닦아주고 격려하는 일” KOMKED, 선교사 자녀 장학기금 마련‘동행’콘서트 개최 지난 2일 100여명 참가한 가운데 시애틀 형제교회서 열려 “자살을 생각해 본 적이 있다는 응답자가 전체 응답자 중 54%나 됩 니다.” 감옥 수감자들에게 물어본 것도 아 니고 불치병 환자에게 물어본 것도 아 닌 선교사 자녀들을 대상으로 설문조 사를 한 충격적인 결과다. 한국 선교사 자녀교육 개발원 (KOMKED)이 우리가 미처 생각 지 못하고 넘길만한 주제를 가지고 지난 2일 시애틀 형제교회에서 ‘선교 사 자녀 장학기금 마련 동행 콘서트’ 를 개최했다. 콘서트를 진행한 KOMKED 대표

김백석 목사는 “KOMKED는 한국 선 교사 자녀들을 교육하고 양육하는 기 관”이라고 소개한 뒤 “한국에서는 지 난 18년 동안 지속적으로 여름수련회 를 통해 MK(선교사 자녀)들이 우리 나라의 발전된 모습을 보고 직접 체험 하는 프로그램을 해왔고, 선교지에서 는 한글교육이 어려운 MK들에게 한 국어 교재를 발행해 보급하고 한국말 을 계속 배우고 익힐 수 있도록 하는 일과 MK 교사들을 훈련하는 일을 해 왔다”며 “MK들에게는 여러 가지 어 려움이 있지만 그 중에서도 정체성의 혼란이 가장 크기 때문에 한국인으로

샛별예술단 단원들이 공연을 마치고 인사를 하고 있다.

샛별예술단 단원들이 장고춤을 추고 있다.

샛별예술단이 퓨전국악을 연주하고 있다.

서의 정체성을 찾아주고 선교사의 자 녀 이전에 하나님의 자녀로서 얼마나 복 받은 인생인가를 알려주는데 주력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목사는 이어 “MK사역을 후원 하는 일은 선교사의 눈물을 닦아주 고 격려하는 일”이라며 “MK사역에 많은 분들이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 고 당부했다. 김 목사는 또 “MK들이 겪는 어려 움은 정체성의 혼란, 환경 부적응, 대 륙별 차이에 따른 어려움, 한국으로 재 입국했을 때의 생활적인 면의 어려움 을 꼽을 수 있다”며 “선교사들이 현장

을 떠나는 이유 중에는 정상적인 은 퇴(9.4%)와 직업전환(8.9%), 후원부 족으로 인한 어려움(8.1%)이 있지만 무엇보다도 자녀문제(10.1%)가 가장 크다”고 말했다. 현재 해외에 파송된 선교사 자녀는 1만8442명이다, 콘서트 참가자들은 김 목사가 준 비한 영상을 보며 눈시울을 붉혔다. 영상 속에서 한 MK는 눈물을 닦 으며 “하나님한테 물어봤는데 안 도 와주시고 너무 화나고 하나님이랑 관 계가 너무 안 좋아졌어요. 그래서 혼 자 있어도 괜찮다고 그렇게 믿었어

요”라고 말했다. 김 목사는 마지막으로 “MK들을 대 상으로 한 설문조사에 의하면, 하나님 을 원망한 적이 있다는 응답이 76%. 자살을 생각해 보았다는 응답이 54% 로 MK들의 심한 고충을 통계적으로 알 수 있지만, 성장해서는 선교사 부 모님이 자랑스럽다(92%), 나는 행복 하다(82%), 선교사가 되고 싶다(39%) 는 긍정적인 응답이 많아 MK들이 어 려서의 위기를 잘 넘길 수 있데 도와 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노찾사 가수’ 이혜원씨 와 김은혜씨가 독창을, 워싱턴주한인 장로성가단이 합창을, 헬렌 김씨가 바 이올린 솔로를, 샛별무용단이 국악공 연을 선보여 참석자들의 박수세례를 받았다. 박재영 기자

샛별예술단 단원들이 북춤을 추고 있다.

샛별예술단 단원들이 상모돌리기를 하고 있다.

샛별예술단 단원들이 버나돌리기를 하고 있다.

영상 속의 한 MK가 눈물을 닦으며 인터뷰를 하고 있다.

November 08, 2019

813 호

15


16

813호

November 08, 2019


“2019년 SUPERLAWYERS.COM에서 RISING STAR로 선정”

대표변호사: 김 지민 변호사: JACOB SMITH Paralegal Director: 김 경숙 Paralegal: 김 Jason Assistant: 강 예슬

이혼 및 가정법

November 08, 2019

813 호

17


샘 조, 시애틀항만청 커미셔너에‘당선’ 피터 권 시택 시의원도 재선‘성공’…30달러 자동차세‘통과’ 지난 5일 실시된 워싱턴주 선거에서 기대를 모았던 한인 샘 조(한국명 조세 현) 후보가 총 유효투표수 44만2930표 중 36만1631표가 개표된 7일 오후 3시 현재 17만379표를 획득 득표율 57.15% 로 12만9825표(득표율 42.31%)를 획득 한 상대 후보 그랜트 디깅거를 큰 표 차로 따돌리며 사실상 당선을 확정지

었다. 또한 피터 권 시택 시의원도 재 선에 성공했다. 게리 락 전 주지사의 지지를 받았던 조 후보는 지난 8월 예선에서도 상대 후보 그랜트 디깅거를 압도하며 1위 를 차지한 바 있다. 시택 시의회의 피터 권 의원 역시 58.15%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41.55%

득표율에 그친 도전자 대미애나 메 리웨더를 따돌리고 사실상 재선에 성공했다. 자동차세를 30달러로 대폭 낮추 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팀 아이만의 I-976 발의안은 54.6%의 지지를 얻으 며 통과됐다.

샘 조 후보가 지난 여름 워싱턴주 한인상공회의소가 주최한 야유회에 참석, 한인 2세들에게 자 신의 경험담을 들려주고 있는 모습.

캐네스 배, 페더럴웨이서 '북한 억류' 강연 참석 위원들이 회의를 마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정민희 기획부장이 공연 준비상황에 대해 보고하고 있다.

"한인의 날 행사에 한복 입고 오세요"

국 매체, 포스터, 전단지, 포스트카드를 비한 영상시설을 준비하기로 했다. 또 통한 홍보도 병행하기로 했다. 미디어 한 한복을 입은 참석자와 마찬가지로 광고는 고경호 위원이 진두지휘하며, 극장 내부에 입장하지 못한 입장객에 VIP 참석확인은 샌드라 잉글런드 위 게 복주머니를 우선 전달할 방침이다. 퓨전 국악그룹 '퀸'이 주 무대를 이 원과 쉐리 송 위원이 맡는다. 북한에 2년 넘게 억류됐다 풀려난 한때 린우드에 거주했던 배씨는 리는 배씨의 강연회에 참석하려면 사 메인이벤트한인회 준비 역시 지난해와 초과된 인원을국내 위한 청년 장외 행사관람 해외진출룰확대위한 역할 논의마 케내스 배 선교사가 오는 19일(화) 저 2017년 북한 억류 생활을 담은 비망 전에 예약을 해야 한다. 을 위한 준비도 철저히 할 계획이다. 찬가지로 정민희 기획부장이 꼼꼼히 녁 6시30분 페더럴웨이에서 자신이 록 '잊지 않았다(Not Forgotten)'을 예약/문의: Heather Castro 253페더럴웨이 한인회 오시은 회장은제1차할 예정이다. “열두 번째 한인의 날 행사엔 꼭 한 우스센터 더블트리호텔에서 진행된 이 게 나눠줄 복주머니를 한복 착용 참석 ‘2018 세계한인회장대회 운영 사업’에 대한 설명 후 이어진 자유토론 북한에서 겪었던 일들을 소개하는 강 출간한바 있다. 394-2728 / heathercastro70@yahoo. 위원회’가 4월 17일부터 19일까지 호주 에서 참석자들은 대륙별 총연합회가운 및 “지난해 폭발적인 성원에 힘입어 참 한편 홍승주 이사장은 “어려운 복 입고 오세요.” 날 모임에서 김순아 대회장은 “매 대회 자에게 우선 전달할 방침이다. 연을 한다. 페더럴웨이 퍼포밍 아트센터에서 열 com <조이시애틀, www.joyseattle.com> 지역별 한인회 차원에서 국내 청년들 시드니에서 개최됐다. 워싱턴주 한인의 날 축제재단(이사 때마다 준비과정이 쉽지는 않았지만 이 막바지 홍보에도 온 역량을 쏟아 부 석자들이 입장 제한인원을 넘어 많은 데에서도 여러분들이 일당백의 정신으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 이하 의 해외진출을 적극적으로 돕겠다는 분들이 행사를 관람하지 못하고 집으 로 준비에 임해주셔서 여기까지 왔다” 장 홍승주)은 지난달 28일 9차 준비모 번 행사 준비 역시 우여곡절이 많았다” 을 계획이다. 재단) 주최로 열린 이번 운영위원회에 의견을 모았다. 이날 행사에서 낭 일에seattlekoreanassociation/?notif_ 발길을 돌렸다”며 “이와 같은 며 “마지막까지 애써주시기 바란다”고 임을 갖고 1월 13일 페더럴웨이 퍼포 며 “2주 앞으로 다가온 이번 행사는 한 우선 세대에 맞는 홍보 전략을전달할 꾀 로예정이며, 는 대륙별 총연합회장과 지역회장 등 지난 대회 만족도 조사 결과를 토대 독을 하고 책자에 게재될 수 있는 특 id=1530284827752550&notif_ 한다”고 말했다. 준비위원들을 독려했다. 밍 아트센터에서 열리는 제12회 한인 국의 이미지를 참석자들에게 더욱 강하 해 외국인들과 한인 2세대들을 위해서 올해도 대비를 해야 20여명이 참석했으며, 2017 세계한인회 로 ‘지역 현안에 대한 심층적 토론확대’, 전이 제공된다. t=page_admin)로 된다. 이에 참석 위원들은 극장보고 내부로 제10차 준비모임은 1월 4일(금) 장대회 결과 및 2018입 세계한인회 ‘해외동포 처우하면 개선을 위한 프로그램오 의 날 행사에 참석자들의 한복 착용을 게 남기도록 참석자들에게 한복을 입고 는 SNS에 의한 홍보를, 한인 1세대들 장대회 세부 프로그램 등 기본예심은 계획에 보완’ 등 2018년도 세계한인회장대회 시애틀못한 워싱턴주 한인회는 아 공연 23일(토) 오후 5시 벨뷰 참석자들도 로비에서 후 3시11월 코엠TV 공개홀에서 열린다. 적극 홍보하기로 했다. 참석하도록 권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을 위해서는 한인 매체를 적극 활용하한편장하지 대한 의결이 진행됐다. 운영 개선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수 있도록 극장 로비에 음향을 겸태권도장(13300 SE 30th St Bellevue, 영 브라운 준비위원장의 사회로 사 따라서 준비위원회 측은 참석자들에 기로 했다. 또한 예년과 마찬가지로리랑의 외 을밤볼행사 시 ‘동포들과 함께하 박재영 기자

오는 19일 오후 6시30분 페더럴웨이 퍼포밍아트센터에서 세계한인회장대회, 1차 한인의 날 축제재단, 지난달 28일 9차 준비모임 가져 한복 착용 행사 참석자에게 복주머니 우선 제공 방침

운영위원회 시드니서 개최

시애틀 한인회, 자원봉사 에세이 공모전 실시 당선 장학금 총 600달러…아리랑의 밤 행사 때 전달 예정

총 상금 400불 청소년 대상 노래 및 댄스대회 참가 접수도 한국어 말하기대회 수상자들이 단체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시애틀 워싱턴주 한인회(회장 조기 승)는 시애틀 한인회 자원봉사 에세이 공모전을 실시한다. 신청자격은 2019년 시애틀 한인회 에서 자원봉사를 한 9학년~12학년 학

생으로, 신청희망자는 ‘시애틀 한인회 에서 자원봉사를 한 소감’(이름, 나이, 봉사날짜를 쓰고 Double space, fonts size12 and 2장의 영문 에세이)을 오 는 11월 20일까지 이메일(koassn@

gmail.com)로 보내면 된다. 당선자에게는 장학금(특상 1명 $300, 대상 1명 $200, 금상 1명 $100) 을 12월 7일 오후 5시 시애틀 형제교 회에서 열리는 아리랑의 밤 행사 때

특히, 이번 운영위원회에서는 국내

2018 세계한인회장대회는 10월 초, 3

는 2019 아리랑의 밤 K-Pop 노래 및확대를WA 98005)에서 진행되며, 예선을 거 청년들의 해외진출 위한 한인 박4일 일정으로 서울 잠실 롯데호텔월 댄스대회’를 열 예정이다. 최종마8팀이 아리랑 밤 행 회의 역할에 대해 논의하는친 자리가 드에서12월 열릴 7일 예정이다. ‘한상기업 사 청년인턴십 청소년을 대상으로련됐다. 하는재단의 K-Pop 때 결선을 치러 대상(1팀 $200과 노래 및 댄스대회 참가 접수 마 메달), 금상(1팀 $100과 메달), 입상 감은 오는 11월 20일이며 이메 (2팀 각 $50과 메달)을 두고 자웅을 일(bellevuetkd@gmail.com)이 가리게 된다. 나 시애틀 한인회 페이스북 메신 준비위원장(206남가주 한인의사협회(회장 조만철) ▶문의: 들에게 박상훈 양질의 의료 혜택을 제공한 공 저 (https://www.facebook.com/ 가 큰 업적을 남긴 회원에게 수여하는849-4349) 로가 크다”며 “또한 밤낮없이 부지런히

"양질의 의료혜택 제공 공로"

SMG 차민영 회장, '올해의 의사상' 수상

서북미 호남향우회, 골프대회 준비모임 가져

‘올해의 의사상’의 첫 수상자로 서울 메 일하는 초인적 열성과 헌신적인 노력 디칼 그룹(SMG) 차민영(내과 전문의) 은 동료 의사들은 물론 후배 의사, 한 경기위원장에 김철홍 프로와 이정주 고문 위촉 회장을 선정했다. 인사회에도 모법이 된다”고 설명했다. 남가주 한인의사협회는 매년 커뮤니 그는 “또 다른 공로로는 차 회장의 서북미 호남향우회는 지난 14일 레 하고, 각 언론사를 통해 홍보활동을 전 티에 공헌한 사람들에게 공로상을 수여 지도아래 서울 선물도 메디칼 그룹은 ‘의사들 워싱턴주 한미여성회는 지난 10월 는 어르신들에게 전달하고 식 이크우드 싸릿골에서 골프대회 준비모 개하기로 결정했다. 해왔는데 특히 올해부터는 협회 홈 이름으사도의함께 회사’라는 미국 의료 불편한 HMO 체계의 31일 오르팅에 있는 워싱턴 솔져 했으며, 거동이 어르 뱅크오브호프 임직원들이 시무식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또한 이종행 회장은 골프대회 경기 임(준비위원장 김한일 상임고문)을 갖 로 ‘올해의 의사상’을 수여하며 감사와신들의 ‘메디컬 그룹’이끌며 갖고 산책도 있는 태생적 한계 양로원을 방문 10월 봉사활동을 했다. 휠체어를 시켜주 고 대회일정을 확정했다. 위원장에 김철홍 프로와 이정주 상임 시애틀 한인회(회장 조기승)가 할 수 있는 제1기 시애틀 한인회 차 신청자은 워싱턴주에 거주하는 격려의 뜻을 전달하게 됐다. 를 뛰어넘기 위해 노력했다”면서 “한인 이날 준비위원들은 서북미 충청향 고문을 위촉하고, 대회에 참가하는 모 한미여성회 회원들은 양로원에 있 는 등 하루 종일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우회, 워싱턴주 강원향우회와 든 선수들에게 선물로 김신청희망자는 1박스씩을 전 지난 1일 열린 한인의사협회 연말 들의 건강 문제에 대해 적극적인 교육 제1기 시애틀 한인회 차세대이사 세대이사를 모집한다며 역량이 있함께 진9학년~대학생으로 행할 이번 골프대회를 오는 5월 12일 달하기로 결정했다. 모임에서 첫 번째 수상자가 된 차민영 및 홍보, 발달장애아 지원, 한인 타운 를 모집한다. 는 청소년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 오는 11월 21일까지 신청서와 부 박재영 기자 (토) 오후 1시 옥브룩 콜프&컨트리클 박사(MD)는 한인타운 개업의로 활동 의 구회 분리, 홈리스 문제 등 한인 사 시애틀 한인회는 보도자료를 통 고 당부했다.럽에서 샷건방식으로 개최하기로 확정모 동의서, 자기소개서를 이메일 준비위원들이 골프대회를 위해 회의를 하고 있다. 해온 것은 물론, 지난 1993년 서울 메 회의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적극적 해 시애틀 한인회에서 청소년 권익 선발인원은 20명이며 활동임기는 (koassn@gmil.com)로 보내면 된 뱅크오브호프(행장 케빈 김)는 2일 케빈 김 행장(왼쪽에서 여섯 번째)은 있다”며 “팀워크를 통해 성장통을 함께 디칼 그룹을 설립, 한인들이 편리하게 으로 참여하고 후원해왔다”고 꼽았다. 증진을 도모하고 능동적으로 참여 출범일로부터 2년이다. 다. ▶문의: 206-734-4080 LA 본사건물 윌셔지점에서 시무식 이 자리에 모인 임직원들에게 “규모가 감내하고, 종합금융기관으로의 변혁을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 현재 서울 메디칼 그룹은 무료 의료 을 개최했다. 커진 만큼 새로운 도전들이 기다리고 위한 노력을 지속하자”고 당부했다. 록 이끌어 왔다는 점이 선정 이유다. 박람회 개최는 물론, 윤형주 초청 음악 조만철 회장은 “25년 전에 한인 의 회 개최 등 한인 사회의 다양한 문화 예 시애틀 한인회가 한인회관을 동포사회에 면서 “이와 같은 취지로 한인회관의 문을 활 사들과 함께 서울 메디칼 그룹을 설립 술 행사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짝 열려고 한다”며 “모임이나 행사가 있으신 적극 개방한다. 했던 것은 멀리 앞을 내다보고 계획을 차민영 회장은 서울대바란다”고 의대를 했 졸업 시애틀 한인회 조기승 회장은 “시애틀 한인 분들은 한인회관을 사용하시기 캘리포니아 주의회 상하원 표결 남았지만 큰 걸림돌 없어 회는 한인동포들을 위해 한국을 알리는 일과 다. ▶문의: 425)444-5458 ▶주소: 14001 57th 세우는, 특출한 창의력이 있었기 때문 하고 USC 의대에서 레지던트를 했다. 주류사회와또 긴밀한 가지고 한인들의 지난 Ave S2014년 #100 Seattle, WA한인 98168 의사협회장 ▶이메일: 통과되면 미국서 처음으로 한인 이름 고속도로 생기는 것 에 가능했다. 여러관계를 어려움 속에서도 남가주 한인상공회의소, 워싱턴 비즈니스 위크 후원자 공개 모집 하는 리더십, 기업가 정신을 배울 수 있 위상과 공익을 도모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koassn@gmail.com 는 기회를 제공하려한다”며 “차세대 비 튼튼한 기반을 다지며, 미 전역의 한인 을 역임했다.

5월 12일 오후 1시로 대회일정 확정…샷건방식

시애틀 한인회, 제1기 시애틀 한인회 차세대이사 모집 워싱턴주 한미여성회, 양로원 봉사활동 전개 선발인원 20명…접수 마감 오는 11월 21일 이메일로 접수 가능

"종합금융기관으로의 변혁 노력 지속하자" 뱅크오브호프, 지난 2일 LA 본사건물서 시무식 개최

‘김영옥 대령 고속도로’ 지정 눈앞

시애틀 한인회, 한인회관 무료로 개방

"차세대 비즈니스 리더 양성위한 후원자 찾습니다"

워싱턴주 한인상공회의소(회장 김 행숙)는 차세대 비즈니스 리더 양성을 위한 후원자를 찾는다. 후원자는 고등학생(8-12) 중 선발 된 장학생을 후원하게 되며, 장학생들 의 워싱턴 비즈니스 위크(WBW) 서 머프로그램(Summer Program) 참여 를 지원하게 된다. 워싱턴 비즈니스 위크는 워싱턴 한미여성회 회원들이 찍고 있다. 마이크로소 주에기념사진을 있는 기업체인 프트(Microsoft), 펨코(PEMCO

18

813호

36

미국에서 처음으로 한인의 이름을 딴 ‘김영옥 Insurance), 구글(Google) 및 보잉사 대령 고속도로’가 생긴다. (The Boeing Company) 등을 포함한 오렌지카운티(OC) 북부 지역을 지나는 5번 100개가 넘는 기업체가 후원하는 프로 프리웨이의 일부 구간을 ‘김영옥 대령 고속도 그램으로써, 지난 42년담은 동안 고등학생 로’로 지정하는 내용을 결의안(ACR188) 6만이명을 지역 사회의 양성한 16일 캘리포니아주 하원리더로 교통위원회를 만장 일치로 통과했다. 아주 독특한 프로그램이다. 이 결의안은 캘리포니아주 주 의회 하원과 상 김행숙 회장은 “상공회의소는 업종 원의 표결을 앞두고 있으나, 주 교통위원회에서 별 전문가 및 교육전문가들로 구성된 만장일치로 통과된 만큼 주 의회에서도 무난하 멘토들과의 교류를 통해 고등학생들에 게 통과할 것으로 기대된다. 표결은 9월 15일 전 게 학교에서 에 이루어질 배우지 예정이다.않는 경제관, 소통 의 기술, 팀워크, 세계 어디서나 필요로

November 08, 2019

769 호

Jan 4, 2019

한미여성회 회원들이 양로원에 있는 어르신들과 산책을 나가고 있다.

김영옥리더를 대령은 독립운동가 김순권뜻을 선생의 아 즈니스 키우는 일에 가진 들로 미국 LA에서 태어나 2차 세계대전과 한 후원자를 찾는다”고 말했다. 국전쟁에 참전한 불패 신화의 전쟁영웅이다. 그 김 회장은 이어 “여러분의 후원은 워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 프랑스, 이탈리아 정부로 싱턴주 사회 받았으며, 미래 지도자에 대한 부터 최고한인 무공훈장을 미국에서는 특 후원이므로 지역사회 발전에 밑거름이 별무공훈장 1개, 은성무공훈장 2개, 동성무공훈 장 2개 등을 수여받았다. 될 것”이라며 “후원금은 IRS Section 김영옥 대령은 1972년 예편 후에 일생동안 사 501ⓒ3로 세금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 회 약자를 위한 봉사 활동에 전념하였으며, 한국 으므로, 개인은 물론, 커뮤니티 단체, 전쟁 시에는 전쟁고아 500명을 돌본 인도주의자 기업가로서 후원하길 원하는 분은 언 로도 알려져 있다. 제든지 연락달라”고 당부했다. ▶문의: 206-778-9071, 206-491-1918

ads@mhankook.com Media Hankook is published by MS Media Group, Corp. 33110 Pacific Hwy S. #8 Federal Way, WA 98003, on every Friday. Subscription rate and the monthly delivery rate in most areas are $15/month for minimum 4-day services per on month.

미디어한국의 정기구독을 원하시는 분은 1년 구독료 100달러를 체크나 머니오더, 또는 크레딧카드로 신청하시면 매주 정기적으로 우송하여 드립니다. Media Hankook is published weekly for $100 per year by MS Media Group Corp. 33110

Pacific Hwy S #8 Federal Way, WA 98003. Periodical Postage Paid at Federal Way and additional mailing offices. POSTMASTER: Send address chagnes to MS Media Group Corp. 33110 Pacifc Hwy S #8 Federal Way, WA 98003 Apr. 20, 2018

732 호

13

연말연시 그

런칭 10주년 맞이 개통비 · 심카드

해외 거주 교민은 다 경제적이고 싸게 수 있을까 항상 고민 이런 고민을 해결 비스를 하나 소개한 미주 한인시장 런칭 한 아이토크비비는 주 한인 교민들께 높 을 받아왔고, 이제는 스 하면 당연 아이토 과언이 아니다. 이런 하기 위해 올해 5월 토크비비 모바일 서 라는 저렴한 요금으 문자, 데이터 무제한


지하숙소복원과 북녘동족(어린이)들에게 사랑과 복음을 전해주세요! 지난 여름 태풍으로 붕괴된 숙소 (10명의 고아들 거주) 복원과 동족들과 어린이들이 추운 겨울을 잘 지낼 수 있도록 우리들에게 주신 감사절과 성탄절의 사랑과 은혜를 전하여 주시기를 바랍니다. 큰 힘이 될 것이고 복음통일의 밑거름이 될 것입니다.

3.1운동 100주년 기념 "1919유관순" 교회/단체관람(안내)

복음통일을 위한 동족선교구입(안내) "고난의 대행군 때, 그 땅에 굶주림이 극에 달할 때, 하나님께서는 천국의 목마름을 그들에게 주셨다. 그래서 그들은 숱한 압제와 통제속에서도 성경을 알게되면서, 이 민족을 향한 주님의 섭리를 깨달아 복음통일의 귀한 병기들로 세워져가고 있음이 이 책을 통하여서 깨달을 수 있을 것입니다...." _박상원 목사(편저자) _'굶주림보다 더 큰 목마름'(한/영), 빛은 그를 외면하지 않았다

16825 48th Ave, W. #345 Lynnwood, WA 98037 돕는 방법: Pay to: G.B.M.W(체크오더명)로 기입해서 아래의 주소로 보내주시면, 연말세금공제영수증을 보내드립니다.

구인 (Federal Way) ▲ 카운터 일할 사람 좋은 대우/영어 가능한 사람 유급휴가/Full time/Part time (253)835-6090 ▲ 지압자 유경험자 / License Required (253)835-6090

교통사고 보험 적용 / L&I 보험 적용 전문 마사지 테라피스트가 치료

Pearl Special Emerald Package Ruby Package Steam Therapy

60분 $98

*

75분 $115 * 90분 $135

$30

*

Body Scrub Palace 99

(좌훈 요법)

* 사우나 입장료 포함

스페셜

$50 * $99 *

Swedish Deep Tissue Shiatsu

$60 # 60분 $70 # 90분 $105 # 50분

#사우나 입장료 $10 (마사지를 받는 분에 한해서 입장료 $25을 $10로 할인 해드립니다.)

미디어한국 기사/광고문의 (253) 838-8380 November 08, 2019

813 호

19


Sammamish

New

$575,000

3Beds 1.00 Baths 1,190SqFt Year Built1981

Bellevue

New

$1,088,000 3Beds 2.50 Baths 2,290SqFt Year Built1982

Reduced

Bellevue

$589,000

2Beds 2.50 Baths 1,101SqFt Year Built1998

Sammamish

$4,100,000 5Beds 5.50 Baths 5,902SqFt Year Built2017

집을 사야 하는 이유와 좋은점 삶의 초대 원금 부여 있는

질 긍지 (Pride) 자유(No Landlord) Privacy 자녀들의 심리적 안정감 보통 더 안전한 동네, 좋은 학군 더 좋은 이웃 동네 공동체의 한 일원이라는 소속감 마당 애완동물 손님 Barbeque Party 집 꾸미기 이자와 재산세의 세금 공제 집 값 상승 역사적으로 검증된 가장 안전한 투자 자본 보호 (그냥 가지고 있으면 없어질 돈) 양도 소득세 면제 혜택 축적 (Principle Accumulation→ Forced Saving) 재정적으로 멀리 내다 볼 수 있는 안목과 그에 따른 장기 재정 계획 절제되고 전략적인 지출 더 열심히 일할 수 있는 동기 Leverage (융자: “남의 돈”으로 집을 살 수 있다는 개념) 렌트 장기간 했을 때의 경재적인 손실 가장 훌륭한 은퇴 자금 작은 집으로 시작해서 단계적으로 발전해 나갈 수 가능성 Equity를 뽑아 사업자금등으로 활용

계속 렌트 해야 하는 이유 비교적 적은 Payment (적어도 처음에는) 적은 목돈 (보통 1-2달 Deposit) High Mobility (이사를 쉽게 다닐 수 있음) 편리함 (집 수리/관리에 대한 적은 부담감) 집 값 폭락의 가능성에 대한 우려 노혜라 부동산. All the best, Alexis Roh /

20

813호

November 08, 2019

Real Estate Broker (425)442-7776


광고문의 / 독자제보 (253) 838-8380

November 08, 2019

813 호

21


이웃과 더불어 건강하고 아름다운 세상을 열어가는 지쿱(주)

추수감사절 고마운 분들에게 선물하세요.

제너럴 밸런스 W 솔루션

케어셀라 매직 필링젤

에코어스노우 유황비누

갱년기 여성의 건강을 위한

효과적인 피부관리를 위한 6 in 1 소프트 필링젤

최적의 솔루션

(각질관리 + 투명 + 토닝 + 유연 + 보습 + 광채)

국내 유일 에스트로겐(여성호르몬) 3종 함유

우수한 각질관리 효과 마일드하고 촉촉한 사용감 생기있는 맑은 피부

케어셀라 스킨이노베이터

뛰어난 막형성 포뮬러로 피부보호 극대화 피부 주름개선 효과

깨끗한 클렌징 & 유황온천 효과 천연원료 사용

케어셀라 비너스필

미세 침상 피부 본연의 윤기와 생기를 부여

최상의 피부 컨디션 유지

필링 베이직관리 / 리프팅 / 스파클링팩

피부 자극 테스트 완료

판매처 & 지쿱멤버를 모집합니다. 페더럴웨이 및 북쪽 판매처

드림플러스 팀 리더 루디아 심 253.343.7788

골든 피그 : 206.596.5533 33110 Pacific Hwy S #7 Federal Way, WA

더조은라이프 : 206.651.7510 31260 Pacific Hwy S Federal Way, WA

타코마 및 남쪽 판매처 서울한의원: 253.584.8649 / 8705 S Tacoma Way Lakewood, WA 22

813호

November 08, 2019


무료 이벤트 젊고 아름다운 피부에 관심있는 분들을 초대합니다. 피부 리프팅을 받기 위해 기존 피부 관리샵이나 병원을 통해서 보톡스에 필링, 실리프팅까지 성형시술을 하셨던 분이나 여드름과 피부 트러블 때문에 고민하시는 분들 이번 기회에 간단하면서도 단 한 번으로도 효과를 경험할 수 있는 한국에서 연구 개발한 무독성의 자연 친환경 제품들을 소개합니다.

날짜: 11월 15일 금요일 시간: 오후 2시 장소: 331100 Pacific Hwy S #7 Federal Way, WA (대박왕만두 맞은편 마사지체어 전문매장) 부담없이 참석 하셔서 새로운 세계를 경험해보세요. 필링, 리프팅, 미백, 탄력, 주름제거, 보습 효과로 젊고 아름다운 동안 피부로 체인지 하시면서 건강기능 식품 등을 무료로 체험하실 기회를 드립니다.

신청하시고, 추첨된 분들 및 초대받으신 분들께도 많은 무료 상품이 기다리고 있으니 부담없이 오셔서 마사지도 받아보시고 제품도 받아가세요.

에너지 다이어트 체중조절 대체식품으로 굶지않고 몸매관리를 원하시는 분

부작용 없이 체중감량을 원하시는 분

생활습관 걱정없이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섭취를 원하시는 분

독소배출 & 체질개선

이제 다이어트는 그만 계속해서 날씬한 몸매를 원하시는 분

스트레스 없이 비만을 해결하고 싶으신 분

상품 시상

드림플러스 팀 리더 루디아 253.343.7788 November 08, 2019

813 호

23


24

813í&#x2DC;¸

November 08, 2019


수술없이 관절염 통증 해방! 라파 큐어 닥터(라파402)는 402개의 저출력 레이저를 연골세포에 직접 조사하는 의료기기로 아산병원 / 연세대학병원 임상실험 결과

퇴행성 관절염 통증완화(치료)효과가 입증되어 식약청으로부터 의료기기로 공식 허가를 받은 제품입니다. (無수술, 無투약으로 집에서 사용)

제 품 명 : 의료용레이저조사기 제 조 원 : 라파 메디컬 사용목적 : 슬관절퇴행성관절염환자의 통증완화(치료)

더조은 라이프 플러스 스페셜 100% 환불 보장 2개월(8주) 사용 후 효과가 없다면 100% 환불

부담없는 무이자 할부 플랜 첫달 $265.50 + 월 $195 x 6개월670,000원 (100분 한정 특별가)

식약청 승인 아산병원/연세대학병원 임상실험실시

8주 후 임상시험 대상자 5가지 항목 평균 81% 슬관절 퇴행성 관절염 통증 완화(치료)입증 임상시험대상 : 미국 류마티스 학회에서 제시하는 퇴행성 관절염의 기준을 만족시키고 방사선학적으로 Kelgreen-Lawrence 2,3,4기인 평균 57세 환자

전신 안마 30분 쿠폰 5장 무료 증정 ($150 상당) 일시불 고객 특전 9월 30일까지 구매 고객에 한함

라파 큐어 닥터 특징 및 장점 유사제품 대비 월등히 많은 402개의 레이저로 확실히 다른 효과 아프지 않은 402개의 레이저 침과 뜨겁지 않은 45도 뜸(온열)으로 침과 뜸 치료를 동시에 접이식 구조로 머리부터 발까지 어느 부위나 사용 가능 부작용 걱정없이, 간편한 리모컨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손쉽게 사용 휴대하기 편리한 가방 무료 증정

이런분들께 권해드립니다 저출력 레이저 치료의 효과 1. 2. 3. 4.

통증의 원인 염증을 줄여주는 소염작용 혈관 확장 및 혈류량 증가 작용으로 혈액순환 개선 근육 긴장 완화 및 근력 강화 세포 재생 촉진 및 생제 활성화

- 염증질환 : 퇴행성 관절염, 류마티스 관절염, 오십견(유착성 관절낭염) 등 각종 관절 통증 질환, 위염, 비염, 각막염, 기관지염, 천식, 방광염, 생리통 등 각종 염증 - 혈액순환장애 : 손발 저림, 수족냉증, 하지정맥류, 저혈압, 고혈압,통풍 등의 질환 - 대상포진, 화상치료, 피부염, 여드름, 아토피 등 각종 피부 질환

(식약청 허가증, 실용 신안 등록증, GMP 인증서, 특허 100대 제품 인증서,식약청 수출 인증서, 건강보험 심평원 공문)

무료체험 및 구매문의

라파 큐어 닥터 더조은 라이프 플러스

     

S 308th St

99 Pacific Hwy S

아산병원/연세대학 병원의 임상실험과 건강보험 심평원에서 인정한 확실한 효과

식약청 슬관절 퇴행성 관절염 통증 완화(치료)용 의료기로 허가

S 312th St 더조은 플러스

S 316th St

    

S 320th St

미디어한국 광고문의 ads@mhankook.com November 08, 2019

813 호

25


1위

최고의 고객 만족도! 캐나다 최대 업계 점유율

모든 정보를 한눈에~

www.oktour.ca

록키부분 독보적인 시장점유율

facebook.com /oktour.ca

여행의 안전과 만족을 직접 책임집니다.

@오케이투어 Instagram

@OKTOUR

WHY

오케이투어 인가요?

1. 캐나다 록키를 비롯 대다수의 상품에서 80% 이상의 압도적인 점유율! 2. 거의 모든 투어를 직접 주관하기에 중간 마진없이 합리적이며 안전을 직접 책임집니다! 3. 버나비/코퀴틀람/밴쿠버/토론토/캘거리/멕시코/미서부/한국지사의 최다 직영체제!

연중무휴 오전 9시 - 오후 9시ㅣTel 604.893.8687ㅣToll Free 1.877.556.8687 동계시즌 카나나스키스 빌리지 호텔 & 최신형 대형버스 확정!

캐나다 최다 투어 버스 보유 여행 전문 기업

가이드/차량

직원규모

시장 점유율

오케이투어

한인 여행사 유일! 7개지사(총3개지역)

40명 이상의 베테랑 가이드 자체 차량 최다 보유

40명 이상의 가이드 및 직원

캐나다 서부지역 80% 이상 점유율

타사

1 - 2개

타사 가이드 타사 차량 이용

거의 모든 업체가 5명 내외의 소규모

10 - 20% (나머지 업체 합계)

<싱글와이프2 > 2018년 3월7일 방영

premium

quality

퀘벡호텔사용

1위

오케이 단독

매주금출발(11~12월)

캐나다 및 미국의 차량 운전 법규 및 정비 규정을 철저히 지키는 운영으로 편안하고 안전한 장거리 여행을 약속합니다!

독보적인 시장점유율

직접 주관하는 송출 1위

지점

OCKY

ROCKY 3박 4일

카나나스키스 호텔 및 최신 대형버스는 예정된 인원이 초과되는 경우 대체될 수 있으니 예약을 서둘러 주세요!

캐나다 동부 4박 5일 퀘벡 숙박! 오케이 직영으로 더욱 믿을 수 있는 투어!

ㅣ록키 주요 관광지에 집중된 여행 일정 ㅣ 업계 유일 동계시즌 주 4일 출발 ㅣOK 투어직영 체제 ㅣ설상차, 밴프 곤돌라 (차별화된 정직한 옵션가격성인/어린이 요금제공) ㅣ 전문 가이드 ㅣ쾌적한 숙박 시설 ( G8 세계 정상회담 개최지로 유명한 카나나스키스에서 숙박)

성안느 성당, 샤토프롱트낙 호텔, 듀프랭 테라스, 노틀담 성당 쁘띠 샹플랭 거리, 로얄광장, 올드 몬트리올, 드라마 도깨비 촬영지로 유명한 올드 퀘벡에서 여유로운 자유시간! 퀘벡 전용 차량 사용으로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투어!

업그레이드된 호텔

★ 헬기투어 c$180 ★설퍼산 곤돌라 : 성인(만16세 이상) c$50 ㅣ 어린이(만6~15세) c$25★

* 항공권 별도

타사의 밴프 숙박인 경우 가격을 맞추기 위해 노후화된 모텔에서도 가장 싼 방 에서 숙박합니다. 오케이투어는 밴프에서 충분한 시간을 드린 후 밴프 외부의 좋은 퀄리티의 호텔에서 숙박합니다.

카나나스키스 노딕 스파 카나나스키스 빌리지 호텔 숙박시 이용할 수 있는 야외 스파! 북미 록키 지역의 최고 스파를 갖춘, 청정자연 속 고급 호텔 카나나스키스 빌리지 호텔에서 숙박하며 즐기는 야외 스파! 치유 효과가 있는 실외 스파, 사우나와 한증막이 있어 록키 산맥 여행 중 휴식과 재충전을 위한 안식처로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오케이투어와 함께 겨울 록키 여행 떠나면 누릴 수 있는 호사! *만 18세 이상 입장가능 *개인 수영복 지참 필요

주요 관광지 록키산맥, 보석을 닮은 아름다운 에메랄드 호수, 세계 10대 절경 중 하나인 레이크 루이스 동화 속 마을같은 밴프, 록키 산맥에서 가장 크고 유명한 만년설 콜롬비아 아이스필드 등

아동할인

4인1실

FROM

*모든 투어는 매회차 인원별 차량이며 예약시기에 따라 전용차량 좌석은 매진될 수 있습니다.

FROM

프리미엄

일반

럭셔리 샤또

c$739 c$889 c$639 창립 25주년 고객감사 이벤트! 통~크게 쏩니다! 300 CAD 이상 구매하면 자동 참여! 이벤트 & 경품 안내 대상 : 2019년 9월 13일 부터 12월 13일 까지 300CAD 이상 구매하신 모든 고객 중 추첨 발표 : 2019년 12월 16일 경품 1등: 한국행 항공권 (1100 CAD) *2명 ㅣ 2등: 미서부 9박 10일 (699 USD) *2명 3등: 록키 3박4일 (389 CAD) *2명 ㅣ 4등: 시애틀 당일 쇼핑 (40 CAD) *20명 5등: 휘슬러 스키 차량 서비스 (20 CAD) *40명

특별출발: 12/25

$299

마감 임박

추천

4인1실

NEW BUS

최신형 대형 버스 확정출발 [ 5박 : 12/25 ㅣ 7박 & 9박 : 12/23 ]

밴쿠버.빅토리아.록키 5박6일

미서부 완전 정복! 1년 내내 인기최고 여행지 미서부! 최신형 볼보 대형버스 2대 직접구매

캐나다 서부 주요 도시와 대자연을 모두 담은 일정!

유니버셜 스튜디오, 디즈니랜드, 샌프란시스코, LA, 할리우드, 라스베가스, 그랜드캐년

게스타운, 캐나다 플레이스, 스탠리파크, 록키산맥, 자연의 다리, 에메랄드호수, 밴프, 밴프 곤돌라 전망대, 레이크 루이스, 보우 호수, 빅토리아 주의사당, 부차드 가든 등 캐나다 서부 A-Z!

항공 5박 6일 (항공별도)

12/23, 12/25 출발 FROM

버스+항공 7박 8일 (항공포함)

12/21, 12/23 출발 FROM

버스 9박 10일

12/21, 12/23 출발 FROM

4인1실

FROM

시애틀 출발, 한정 좌석

$549

4인1실

100% 고객 만족을 넘어 고객 감동을 실현하기 위해 최신형 대형 버스를 두대 직접 구입하여 2019년 8월 중순부터 운행 중 입니다.

$400

4인1실

$749

4인1실

$599

현재 최신형 대형 버스를 구매하여 운행할 수 있는 한인 업체는 오케이투어가 거의 유일 하며 타사의 경우 대부분 이곳 저곳에서 차량을 빌려 운행하고 있어 차량의 안전을 담보하기 힘든 구조입니다. 저희 오케이투어는 최신형 차량 직접 구매 및 자체 라이센스 차량팀이 행사 전 차량의 상태를 항상 최상으로 유지하여 장거리 여행시 고객님들에게 최대한의 편의와 안전을 제공해 드립니다. *스케줄에 따라 최신형 버스가 가지 못하더라도 오케이투어에서 운행하는 모든 버스는 캐나다 및 미국교통국의 안전기준을 엄수하여 점검을 받은 최상의 상태로 운행됩니다.

알래스카크루즈

알래스카디즈니크루즈

시애틀 IN /OUT 시 C$50 상당의 상품권 증정!

알래스카 크루즈 바다 위에서 펼쳐지는 특별한 경험! 대자연과 거대한 빙하를 내눈으로 직접!

4인1실

FROM

$799 *Tax&항공권별도

알래스카 디즈니 크루즈 디즈니와 함께 꿈의 세계를 선상에서 체험 할 수 있는 크루즈 여행!

BEST

4인1실

FROM

$1299

[동계] 환상의 오로라 투어 3박4일

$720 $500 $599

신의 영혼 헤는 밤,풍광을 끝 마을에서 세상 세계에서 오로라의별환상적인 가장오로라와 잘볼수 여행~ 캠핑카 타고 꿈의 있는 오로라를! 함께 옐로나이프에서

야생동물의 주요 서식처인 자스퍼 관광. 세계 최대의 오일샌드 생산지인 포트 맥머레이로 이동하여 오로라관측 사이트로 이동 대 파노라마의 오로라 댄싱 관람. 웨스트 에드먼튼 몰. 밴프 국립 공원. 레이크 루이스 등 록키 주요관광지 관광

지루하게 나타나기까지 오로라가세계 머무르며 곳에서 기존의 탁 트인 한 시야를 확보할 수 있어 명실상부 최고의 오로라 관측의 보이는 곳을 가장 잘 시티투어 투어가 아닌 오로라가 기다리는 수도인 옐로나이프에서 환상적인 오로라와 또는찾아다니는 자유시간 을 즐기세요! 헌팅 투어! 오로라

* Tax & 항공권 별도

* 항공권 별도

샌디에고 디즈니 크루즈

4인1실

캐리비안 크루즈

4인1실

유럽 크루즈

4인1실

*Tax&항공권별도

밴쿠버·빅토리아 ·휘슬러 2박3일 캐나다플레이스, 게스 타운 스탠리 파크, 부차든 가든 섀넌 폭포, 휘슬러 빌리지

월/목 출발 FROM

오로라·에드먼튼몰·록키 6박7일 캐나다 필수 여행지인 대자연의 록키와 또 다른 자연 의 신비 오로라 관람을 함께 경험할 수 있는 일정!

2019 크루즈

$299

프리미엄 ( 퀘벡숙박 )

FROM

FROM

FROM

11/24, 12/25

록키 항공 2박3일 밴프, 레이크루이스 설퍼산, 미네완카 호수 카나나스키스, 캘거리

빅토리아 전등축제 1박2일 엠프레스 호텔, 주의사당 이너 하버, 미니어쳐 월드 부차드 가든(전등축제) 나나이모, 벽화마을, 던칸

6인이상 수시출발

토 출발 (12/1~1/6)

FROM

FROM

$450 * 항공권 별도

C$249

미국 동부

올랜도디즈니월드

뉴욕, 워싱턴 D.C., 나이아가라 토론토, 몬트리올, 퀘벡

뉴욕, 뉴저지, 워싱턴 D.C 보스톤

호텔 + 항공 + 입장료 패키지 세계 최대의 테마파크

7박9일 FROM

9박11일 FROM

$780 $970

매주 4박5일 수 출발 FROM 매주 4박6일 FROM 화,금 출발 항공권 별도 매주 5박7일 화,금 출발 FROM

$579 $450 $540

Address : 9920 Lougheed Hwy, Burnaby, BC V3J1N3 ㅣ Website : www.oktour.ca ㅣ Travel Agency Licence #48829 / 52939 / 65693

813호

$749

미국·캐나다 동부 매주 화/금 출발

26

FROM

November 08, 2019

2박 기준

FROM

$700

LA디즈니랜드 패키지

실시간 가격 조회

Business Licence # BUS11-01096

겨울시즌: 11/10~4/30 마지막 출발일 : 4/27 수시출발

※오로라 뷰잉 3회 기준

FROM

c$415 * Tax & 숙박 & 항공권 별도

시애틀.오레곤 코스트 2박 3일 시애틀, 타코마 아스토리아, 캐넌비치 우드번, 포틀랜드

매주 금 출발 FROM

$220

멕시코시티.칸쿤 4박5일 산미겔데아옌데 과나후아또, 멕시코시티 께레따로

매주 금 출발 FROM

$849


최고의 고객 만족도! 캐나다 최대 업계 점유율

1위

록키부분 독보적인 시장점유율

모든 정보를 한눈에~

www.oktour.ca

facebook.com /oktour.ca

여행의 안전과 만족을 직접 책임집니다.

@오케이투어 Instagram

@OKTOUR

WHY

오케이투어 인가요?

1. 캐나다 록키를 비롯 대다수의 상품에서 80% 이상의 압도적인 점유율! 2. 거의 모든 투어를 직접 주관하기에 중간 마진없이 합리적이며 안전을 직접 책임집니다! 3. 버나비/코퀴틀람/밴쿠버/토론토/캘거리/멕시코/미서부/한국지사의 최다 직영체제!

연중무휴 오전 9시 - 오후 9시ㅣTel 604.893.8687ㅣToll Free 1.877.556.8687

지점

가이드/차량

직원규모

시장 점유율

오케이투어

한인 여행사 유일! 7개지사(총3개지역)

40명 이상의 베테랑 가이드 자체 차량 최다 보유

40명 이상의 가이드 및 직원

캐나다 서부지역 80% 이상 점유율

타사

1 - 2개

타사 가이드 타사 차량 이용

거의 모든 업체가 5명 내외의 소규모

10 - 20% (나머지 업체 합계)

BEST

항공+호텔전세계에어텔 전세계 에어텔도 인터넷 보다 싼 오케이투어

HOW? 어떻게 더 저렴할까? 캐나다 서부 - 밴쿠버

*Coast Vancouver Airport Hotel *2019년 4월 11일-17일 (6박 7일) *인천–밴쿠버 왕복 (이코노미/직행) *2인 기준

오케이투어

여행포털

왕복 항공권 + 호텔: C$2,780.54

왕복 항공권 + 호텔: C$3,024.20

호텔 조식 포함

호텔 조식 불포함

오케이투어로 예약시 총액 C$243.66 저렴! + 호텔조식포함

캐나다 동부 - 퀘벡

*Hotel Le Concorde Quebec *2019년 2월 18일-21일 (3박 4일) *인천 - 퀘벡 왕복 (이코노미/1회경유) *2인 기준

올인클루시브 스페셜

하와이 크루즈

추운 겨울엔 따뜻한 곳으로! 세계적으로 유명한 대표 휴양지로 환상적인 휴가를 - 올인클루시브 스페셜로 즐겨보세요!

하와이의 아름다운 섬들을 항해하며 호화롭게 즐겨보세요!

칸쿤, 코즈멜, 로스카보스, 푸에르토 바야르타, 자메이카 도미니카 리퍼블릭, 쿠바 바라데로 등

호놀롤루, 카훌루이, 힐로, 카일루아-코나, 나윌리윌리

FROM

이태리 6박 7일

도시마다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진 아름다운 이태리 밀라노, 베로나, 베니스, 피사, 몬테카티니, 피렌체 오르비에토, 로마, 바티칸시국, 나폴리, 폼페이, 소렌토 11/12, 12/25 출발

FROM

$1000 * 항공권 별도

C$899

4인 1실

FROM

반짝이는 에펠탑, 샹젤리제 거리의 야경과 함께 크리스마스의 낭만을

리스본, 파티마, 세고비아, 지브랄타, 론다, 알함브라 궁전 그라나다, 코르도바, 마드리드, 똘레도, 바르셀로나

파리, 생말로, 디낭

FROM

12/19 출발

$1800 * 항공권 별도

유럽의 숨겨진 진주로 떠나자!

런던, 파리, 스트라스부르그, 루체른, 인터라켄, 라고마조떼, 밀라노 베로나, 베니스, 피사, 몬테카티니, 피렌체, 오르비에토, 로마, 나폴리 바티칸시국, 폼페이, 소렌토, 뮌헨, 짤스부르크, 프라하, 아우슈비츠 크라카우, 타트라, 부다페스트, 비엔나

웬헨, 짤스부르크, 체스키클룸루프, 프라하, 부다페스트, 자그레브, 플리트비체, 스플릿, 두브로부니크, 자다르, 포스토이나, 블레드, 비엔나 2인1실

FROM

* 항공권 별도

$2150 * 항공권 별도

2인1실

FROM

12/25 출발

2인1실

FROM

6명이상 수시출발

* 항공권 별도

오케이당일투어 빅토리아 월-토 휘슬러 월/수/토 BEST밴쿠버 수/일 위버크릭·오델로터널·헬스게이트

C$100 C$50 C$80 C$100

시애틀·오레곤 코스트 비경 2박 3일 미동부 올랜도 3박4일 북극 오로라 . 설국열차 알래스카 . 페어뱅크스 5박6일 뉴욕.워싱턴.볼티모어 3박5일 뉴욕.보스턴.뉴포트 3박5일

$600 $340 FROM $400 FROM

$220 $630 FROM $1190 FROM $1100 FROM $410 FROM $410 FROM FROM

단독투어 상담 / 버스대여

FROM

11/7, 12/20 출발

* 항공권 별도

$2150 * 항공권 별도

하바나, 트리니다드, 시엔푸에고스, 산타클라라, 바라데로

* 항공권 별도 FROM

$900

코스타리카, 산호세, 하꼬, 아레날화산, 따바콘 온천 아레날, 사파리투어, 뽀아스 화산, 라 파즈 폭포공원 등

* 항공권 별도

미서부 6박7일 미서부 3박4일 하와이 3박4일

런던, 파리, 스트라스부르그, 루체른, 인터라켄, 라고마조떼 밀라노, 베로나, 베니스, 몬테카티니, 피렌체, 로마, 바티칸시국 나폴리, 폼페이, 소렌토 등 2인1실

쿠바 5박6일

중남미

C$249 C$369 FROM C$469 FROM C$629 FROM C$5280 FROM C$589 FROM $389 FROM $300

서유럽의 핵심 4개국만 콕콕!

태평양과 카리브해를 끼고 있는 풍요로운 해변이라는 의미를 가진 코스타리카

미국 FROM

알래스카 크루즈 투어 이용시, BEST 밴쿠버 시내 투어 무료 제공! 항공편이 포함된 투어 상품 이용시, 시애틀 쇼핑투어 or 휘슬러 당일투어 무료 제공!

코스타리카 5박 6일

캐나다 FROM

*TAX & 항공권 별도

한번 다녀오면 그 매력에서 헤어나오기 어렵다는 포르투칼,모로코 그리고 스페인!

동유럽과 서유럽 동시에 완전 정복!

빅토리아 1박2일 일반 퀘벡·몬트리얼 2박3일 [프리미엄]퀘벡·몬트리얼 2박3일 [럭셔리]퀘벡·몬트리얼 2박3일 북극썸머어드벤처 6박7일 PEI 3박4일 캐나다 3대 캐년 3박4일 캠핑카 오로라 투어 3박4일

C$1204

자체 차량을 보유한 오케이투어만이 제공 할 수 있는 서비스!!

포르투칼.모로코.스페인11박12일 크리스마스 파리특전 5박6일 서유럽 11박 12일

동유럽. 발칸 12박13일

$3800

여행포털

오직 오케이투어!무료 투어 제공 이벤트!

동서유럽 20박 21일 FROM

오케이투어

왕복 항공권 + 호텔: C$3,846.46 왕복 항공권 + 호텔: C$4,267.42 오케이투어로 예약시 총액 C$410.96 저렴!

$1290 * 항공권 별도

파스텔톤의 건물들과 각양각색의 올드카들 쿠바만의 이국적인 감성을 느껴보자 2인1실

FROM

4인 이상 수시 출발

$1260 * 항공권 별도

유럽 & 기타 * 항공권 별도

쿠바·코스타리카 9박10일 파나마·갈라파고스·에콰도르 7박8일 쿠바 5박6일 칸쿤· 쿠바· 코스타리카 12박13일 코스타리카 골프 5박6일 페루 5박6일 *항공권포함 브라질·아르헨티나 6박7일 *항공권포함 남미일주 12박13일 *항공권포함 멕시코 칸쿤 & 쿠바 바라데로 ALL INCLUSIVE

$1990 $2790 FROM $1260 FROM $2230 FROM $1200 FROM $2750 FROM FROM

$3500 $5649 FROM C$899 FROM FROM

VIA RAIL 예매도 오케이에서 저렴하게!

Address : 9920 Lougheed Hwy, Burnaby, BC V3J1N3 ㅣ Website : www.oktour.ca ㅣ Travel Agency Licence #48829 / 52939 / 65693

이태리 7박8일 미니서유럽 7박8일 러시아·북유럽 13박14일 아프리카 14박 15일 성지순례-사도바울의전도여행12박14일 아이슬란드 4박5일 영국령·아이슬란드 15박16일 이집트 일주 9박10일 요르단·이스라엘 9박10일 동유럽·발칸 12박13일

$1250 $1550 FROM $4740 FROM $10000 FROM $3200 FROM $2090 FROM $4890 FROM $2490 FROM $2590 FROM $2150 FROM

FROM

airbnb 예약도 오케이와 함께!

Business Licence # BUS11-01096

November 08, 2019

813 호

27


2020 메디케어 보험 갱신 안내와 정보 안녕하십니까 2019 새해를 맞은지 엊그제 같은데 벌써 여름도 지나가고 가을이 다가오는 동시에 매해 열리는 메디케어 보험 갱신 기간도 또 눈앞에 다가 왔습니다. (10월 15 부터 12월 7일까지) 여러번 갱신을 해 보신 분들은 이미 알고 계시겠지만 해마다 각 보험사의 보험플랜이 약간씩 바뀌고 어느 해는 혜택이 좀 더 좋아지고 어느해는 혜택이 더 줄어들고 하였습니다. 이에 따라 해마다 전화로 알려드려서 플랜을 바꾸어 드리곤 하였습니다. 그러나 큰 차이가 나지 않으면 바꾸지 않는 분들도 많이 계셨습니다. 보험은 해마다 다른 플랜으로 꼭 바꾸지 않아도 괜찮습니다. 그러나 특별히 좋은 플랜이 나오면 바꾸시는 것도 좋습니다. 올해도 예외 없이 보험사 마다 서로 더 좋은 혜택으로 경쟁하고 있는 가운데 새로운 보험 회사도 선을 보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어느 한 보험사가 장점을 다 갖고 있는 것이 아니고 보험사 마다 각각 장단점이 있음을 기억하셔야 합니다. 또한 무엇 보다 중요한 것 은 가시고자 하는 병원들이 문제 없이 갈수 있는지 없는지의 여부 입니다. 곧 보험사와 병원 계약의 중요성 입니다. 아무리 좋은 혜택이 있다 할지라도 계약된 병원이 적다면 큰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이번 갱신 기간에 좋은 소식은 그중에 전통있는 보험사, 병원 계약이 많이 되어 있는 보험사에서 이전에 없었든 무료 헬스 혜택을 추가 한것입니다. 보험사의 이름이나 더 상세한 혜택에 관한 것은 까다로운 법과 규정 때문에 지면으로 말씀드릴 수 가 없어나 전화 주시면 상세히 설명 드리겠습니다. 해 마다 그랬듯이 이 앤이 도와 드렸든 모든 분들은 직접 전화를 드려서 알려드릴 것입니다. 전화 번호가 바뀌었거나 다른 이유로 전화 연락이 되지 않는 분들이 해마다 계시니 혹시 저로 부터 10/15일 까지 연락을 받지 않으신 분들은 제게 전화 주시기를 꼭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앤 메디케어 보험에서는: 소셜시큐리티에서 메디케어에 관하여 온 편지나 서류를 무료 해석해 드립니다. 메디케어 보조보험(Part C)과 처방약 혜택(Part D)에 관하여도 무료 상담해 드립니다.

28

813호

November 08, 2019


November 08, 2019

813 í&#x2DC;¸

29


30

813í&#x2DC;¸

November 08, 2019


Seattle Korean Saxophone Ensemble NoEul ��1���

�������������������������������

Y N O M R

HA

새로움

그리고

�������:2019.�11.�23�((��5�PM ������� KOAM TV �������� ���������� �(������ ���� ���

32008 32nd Ave S Federal Way. WA. 98001

���� ��� ���� ���������

�������������������� (253-227-0977) November 08, 2019

813 호

31


32

813í&#x2DC;¸

November 08, 2019


Business For Sale By Owner 사업체 주인매매

부동산 투데이 2 0 19년 송 년모임 안녕하세요. 부동산 투데이 송년모임 행사를 다음과 같이 후원하여 주신 사장님을 모시고 초청 행사를 개최합니다.

초 청 업 체 Bento Teriyaki, Best Cleaner, Best Of Bento, Best Teriyaki, A Plus Burger Cafe Noier, Chodang Tofu House, EJ Burger, Enjoy Teriyaki, Green House Han's Burger, Happy Teriyaki, Happy Together, Hosoony Tofu House Ichiro Teriyaki, I Sushi, Island Sushi, Jeontong Seolongtang, Jin Sushi Joy Bento Seattle, Kami Teriyaki, Kim's Teriyaki, Lakeview Cleaner Little Tokyo Teriyaki, Manna Teriyaki, Metropolitan Deli, Midori Teriyaki Moon's Kitchen, My Favorite Deli, New York Deli, Palmi Teriyaki Poke Bar, Red Wagon Burger, Sapporo Teriyaki, Soho Teriyaki Sunny Teriyaki, Teriyaki Madness, Teriyaki & Sushi, Teriyaki Time Teriyaki & Wok, Tokyo Stop Teriyaki, Toshi Teriyaki, Yummy bite Teriyaki * 참석하시는 분에게는 추첨을 통해

행사일정 장 소

한국 왕복 항공권을 제공합니다.

2019년 12월 15일 일요일 5시 서원 식당 2210 S 320th St. A-6, Federal Way,WA 98003

예약문의

253-941-4989

후 원 November 08, 2019

813 호

33


한인동포 사회에 '사랑과 나눔'의 정신을 펼치며 풍요롭고 아름다운 사회 만들기에 앞장서는 '미디어 한국'이 본 지면을 통해 좋은 소식(Good News)을 전합니다. 종교칼럼

계시록에 나타난 7가지의 복 나은혜 작가 오아시스 교회

마태복음 팔복에는 “심령이 가난한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저희 것임이요”로 시작해 서 “의를 위하여 박해를 받은 자는 복이 있나 니 천국이 저희 것”이라고 천국에서 시작해서 천국으로 끝난다. 성경의 마지막 책 계시록에 는 7가지의 복이 나오는데 이 복을 잘 깨닫고 지켜야 천국 문에 들어갈 수가 있다. 1. (계 1:3) “이 예언의 말씀을 읽는 자 와 듣는 자들과 그 가운데 기록한 것을 지키 는 자들이 복이 있나니 때가 가까움이라.” 요 즘은 스마트 폰과 인터넷이 세계의 사람들을 다 지배하고 있고 책을 읽는 사람들이나 성경 을 읽는 사람들도 많지 않다. 마지막 때가 가 까운 이때에 이 계시록 말씀을 읽고 듣고 지 키는 자가 복이 있다고 하신다. 2. (계 14:13) “주 안에서 죽는 자들은 복 이 있도다.” 죽음을 기다리는 양로병원에 가 서 보면 모두 어둡고 무거운 표정들이다. 70 년, 50년, 20년 전, 아니 어제의 일도 모두 지 나간 꿈이 아닌가? 인생을 마치는 것은 모든 수고를 그치고 꿈에서 깨어나고 새로운 영원 한 나라로 들어가는 것이다. 그래서 기뻐하며 주 안에서, 그 품에 안식하기를 소원하고 신부

단장을 잘 해야 한다. 3. (계 16:15) “내가 도적같이 오리 니 누구든지 깨어 자기 옷을 지켜 벌거벗고 다 니지 아니하며 자기의 부끄러움을 보이지 아 니하는 자가 복이 있나니” 죄가 없을 때에는 벌거벗고 다녀도 부끄럽 지 않았는데 선악과를 따 먹은 후에는 무화 과 잎으로 옷을 만들어 입었지만 곧 말라버 렸다. 하나님께서 짐승을 잡아서 그 가죽으 로 옷을 만들어 주셨는데 우리의 죄를 위해 서는 주님께서 십자가에서 돌아가심으로 하 나님께 나아가는 길을 열어주셨다. 그리스도 로 옷을 입어야 한다. 4. (계 19:9) “어린양의 혼인잔치에 청함 을 받은 자는 복이 있도다.” 마태복음 22장에는 왕자의 혼인잔치에 초대했으나 사람들이 오기를 거절하여 사거 리에서 사람들을 마구 불러서 자리를 채웠는 데 예복을 입고 오지 않은 사람들을 바깥 어 둠으로 내쫓았다. 계시록의 혼인 잔치는 구 원받은 자만을 초청하는 것이니 복이 있다. 다만 신부인 주인인지, 손님으로 초청을 받 는 것인지가 구별이 있다. 5. (계 20:6) “첫째 부활에 참여하는 자들 은 복이 있고 거룩하도다.” 둘째 사망이 그들을 다스리는 권세가 없 고 도리어 그들이 하나님과 그리스도의 제 사장이 되어 천년 동안 그리스도와 더불어

왕 노릇할 것이니 얼마나 복이 있는가? 이들 은 하나님의 말씀으로 인하여 목 베임을 받 은 자의 영혼들과 짐승과 그의 우상에게 경 배하지 아니하고 이마와 손에 그의 표를 받 지도 아니한 사람들이다. 6. (계 22:7) “보라. 내가 속히 오리니 이 책의 예언의 말씀을 지키는 자가 복이 있으 리라.” 이 예언의 말씀은 요한계시록으로 너 무 중요한 말씀이다. 가. 이 예언의 말씀을 빼앗기거나 잃지 않도록 마음을 잘 지켜라. 마귀는 소중한 것 일수록 빼앗아가려고 유혹한다. 믿음, 소망, 사랑, 장자권, 직분 등 잘 지키자. 나. 변질되거나 훼손되지 않도록 잘 지 켜야 한다. 지금 세상은 말씀이 너무 많이 변 질 되어있다. 캐나다 큰 교단의 목사가 자기 는 ‘하나님이 없다’라고 믿고 있고 그런 목사 들이 50%라고 했다고 양심선언을 했고 그렇 지만 목사직은 그대로 수행할 것이고 공동체 를 만들고 싶다고 했다고 한다. 그 교단에서 발표하기를 그런 불신 목사들은 20%라고 정 정해서 발표를 했다니 너무 기가 막히다. 왜 목사가 되었는지? 다. 이 예언의 말씀을 지킨다는 것은 그대 로 믿고 실행한다는 말이다. 행함이 없는 믿 음은 죽은 믿음으로 귀신의 믿음이다. 라. 이 예언의 말씀을 지킨다는 것은 주님 의 재림을 준비하는 일이다. 주님을 맞으려

타코마 오아시스교회

담임목사 안영식

Oasis Community Church of Tacoma

유 은 성 목사: 253. 579. 4542 김 정 훈 목사: 253. 448. 4910

타코마 오아시스 교회 예배 시간 주일 한어예배/영어예배 주일 성경공부

오후 12:00 오후 2:30~3:30

수요일 한어 저녁예배 수요일 Youth 악기 레슨과 성경공부 수요일 영어 성경공부

오후 7:00 오후 6:45~8:15 오후 7:30~8:15

금요일 저녁기도회 (한어부/영어부) 자녀들과 함께하는 새벽기도회 (월) 새벽기도회 (화-금)

오후 9:00~10:30 오전 6:00 오전 6:00

월-토

(253)529-9191

3735 Waller Rd E. Tacoma, WA 98443

임영희 11 30

10 7 30

34

813호

November 08, 2019

면 등불(성령), 열매, 세마포(예복) 이 세 가 지를 꼭 준비해야 한다. 내 안에 이 세 가지 가 있는가 잘 살피고 이왕이면 넉넉히 넘치 도록 준비하자. 7. (계 22:14) “자기의 두루마기를 빠는 자들은 복이 있으니” ① 생명나무에 나아간다. 아담이 선악과 를 따 먹은 후에 하나님께서 쫓아내시고 그 룹들과 두루 도는 화염검으로 지키게 하셨다. ② 생명나무에 나가는 사람은 에덴동산 에서 살게 된다. ③ 문들을 통해 성에 들어갈 권세를 얻 게 된다. 자기의 두루마기를 빤다는 것은 회개한 다는 뜻이고 생명과인 말씀을 먹고 성안(천 국)에 들어갈 권세를 얻는 것이다. (계 22:15) 개들과 술객들과 행음자들과 살인자들과 우상숭배자들과 및 거짓말을 좋 아하며 지어내는 자마다 성 밖에 있으리라. (계 21:8) 두려워하는 자들과 믿지 아니 하는 자들과 흉악한 자들과 살인자들과 행음 자들과 술객들과 우상숭배자들과 모든 거짓 말하는 자들은 불과 유황으로 타는 못에 참 여하리니 이것이 둘째 사망이라. 이 메시지를 읽는 분들은 나를 위해 피를 흘리고 돌아가시고 나에게 아버지를 부를 수 있게 해 주신 주님의 사랑을 힘입어 모두 아 름다운 천성 안으로 들어갑시다.


절약 · 재생 · 재활용은 교회가 추구해야할 환경보호적 가치 교회가 세상을 향해 가져야 할 책임과 행 동이 있다. 성경에서 말한 “너희는 세상의 소금이니”라는 마태복음의 말씀처럼, 교회 와 성도는 세상을 밝히고 맛을 잃지 않게 해야 하는 사명을 지니고 있다. 말씀으로 행동해야 할 세상의 영역은 문화, 세대, 정 치 등 다양하고 복잡하다. 그런데 최근 교회들의 더 큰 관심을 요 구하는 분야가 있다. 바로 환경이다. 미 국 내 주류 교회 사이에서는 몇 해 전부터 ‘Environmental Care’, 즉 환경을 생각하 자는 운동이 심심치 않게 일고 있다. 연합 감리교 리씽크(rethink) 교회에서는 지난 해 환경을 지키는 6가지 방법이라는 크리 스천 환경 운동가 헤더 베넷의 글을 옮겨 실으며 크리스천들이 환경에 관심을 두어 야 하는 당위성을 강조했다. 그는 이 글을 통해 절약(Reduce), 재활용(Recycle) 등 영어 ‘RE’를 강조하며 필요하지 않은 것 을 사지 말고, 갖지도 말며 환경과 생명을 위해 다시 사용하는 것에 대한 중요성 등 을 밝혔다. 불필요한 것 사지도, 갖지도 말고 환경과 생명 위해 재사용함 중요 환경에 관해 더욱 구체적인 행동을 보여 온 곳은 영국 성공회가 대표적이다. 이들 은 해마다 매우 독특한 사순절 기간을 보 낸다. 교회 내 환경관리부가 따로 있을 정 도로 체계적이며 조직적인 지침을 운영한 다. 이들은 사순절이 시작되는 날부터 매주 음식, 욕실, 주방, 옷, 집, 여행과 같은 주제 를 정하고 한 주마다 지정된 주제에 따른 지켜야 할 환경보호 활동을 캘린더로 만들 어 배포한다. 예를 들어 사순절 첫 주 음

식과 관련된 주제에서는 재활용이 가능한 병에 든 우유를 사라, 여러 포장 등을 줄이 기 위해 묶음 구매를 하라는 등 성도의 생 활과 밀접한 구체적 내용 등을 담고 있다. ‘사순절 플라스틱 챌린지’는 영국 내 친 환경 운동을 위한 단체나 모임 등에 긍정 적인 영향을 미쳐 온 것으로 알려졌다. 특 히 지난해 3월 영국 케인샴(Keynsham) 이라는 작은 도시에서 시작된 플라스틱 어택(Plastic Attack) 운동은 현재 전 세 계로 뻗어 나가면서 지구를 지키는 보다 구체적인 실천 방안을 제시하는 무브먼 트가 되었다. 이 운동의 특징은 과도한 포장에 대한 일 종의 항의 표시다. 즉 마트에서 구매한 물 품의 포장과 비닐을 벗겨 구매한 마트에 남겨두고 오는 것이다. 실제 이 운동이 벌 어졌던 영국의 대형 유통 업체 테스코에서 는 이들의 의견을 받아들여 플라스틱 포장 재를 줄이겠다는 계획을 밝힌 것으로도 알 려졌다. 환경 관련 전문가들은 교회가 주 도적으로 환경 보호에 앞장서 온 영국 사 회의 분위기 속에서 플라스틱 어택과 같은 운동이 전개되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일 일지 모른다는 의견도 내놓는다. 한국에서도 환경 지킴이를 자청한 교회 들을 격려하는 행사 등이 최근 몇 년 사이 펼쳐지고 있다. 한국 교계는 환경주일이라 는 것을 통해 환경을 지키는데 앞장선 교 회들을 찾아 연합예배와 격려를 전하고 있 다. 이 운동은 기독교환경운동연대가 UN 이 정한 환경의 날을 기념해 마련했고 운 동에 동참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회원 교단 교회들과 함께 연합예배를 드린다. 이들은 지난 6월 2일 “생명의 숲으로 푸 른 하늘을-미세먼지 않는 세상을 향한 교

회의 사명”이라는 주제로 환경 주일을 섬 겼다. 이들이 펼친 녹색교회운동은 긍정적 인 결과들을 낳기도 했다. 2017년 5대 녹색 교회로 선정된 광시송림교회 이상진 목사 의 경우, 교회가 앞장서서 친환경 농법으 로 지은 곡식을 교인을 비롯해 이웃과 나 누고 있다. 이 목사는 나쁜 먹거리를 이유 로 시한부 선고를 받은 이후 올바른 먹거 리를 전해야겠다는 사명으로 녹색 목회를 시작했다고 한다. 그런데 거창한 운동, 연합, 가시적인 환경 보호 사례를 보고 있자니 우리 교회도 할 수 있겠냐는 의기소침함이 드는 것도 사실. 하 지만 1회용 컵 또는 수저 사용을 금지하는 것과 같은 작은 행동에서부터 교회는 환경 보호에 동참할 수 있다. 영국의 크리스천 블로거 사이먼 핍스는 “ 당신의 교회가 친환경이 되기 위한 11가지 방법”을 소개하기도 했다. 이 중 이목을 끄 는 몇 가지 방법을 소개해본다. 그는 교회 가 제공하는 음식과 음료 등은 가능하면 교 회 주변 로컬에서 파는 것을 쓰며 교회가 직접 기르는 것도 방법이라고 전한다. 과 도한 포장을 줄이기 위함이다. 또한 교회 내 필요한 전기와 같은 에너지의 경우 화 석 연료보다 신재생에너지 등을 사용해 충 당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여기에 절약, 재 생, 재활용 역시 기본적으로 교회가 추구 해야 할 환경보호적인 가치임을 강조한다. 다소 원론적인 이야기인 것도 같지만 교회 내 살림을 들여다보면 절약하고 아낄 수 있 는 부분들은 분명히 있다. 본당 조명을 절 약형 LED로 바꾸어 전기세를 아낄 수도 있고 교회 화장실 또는 부엌 등에 절수형 수도꼭지를 다는 것도 도움이 된다. 전기

가 쓸데없이 돌아가는 것을 막기 위해 전 력공급 장치에 타이머를 다는 것 등은 교 회가 조금만 들여다본다면 크게 어려운 일 은 아닐지 모른다. 어떤 시설을 바꾸고 재정이 드는 것에 부 담이 된다면 분리수거부터 시작해도 큰 도 움이 된다. 특히 최근엔 각 주마다 쓰레기 버리는 방법 등에 있어서 재활용과 음식물 폐기물 등을 나누어서 버리도록 하고 있기 에 이 부분도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 캘 리포니아의 경우(가정용) 보통 녹색 쓰레기 통과 검정 쓰레기통이 용도가 다르다. 녹색 의 경우 잡초와 같은 분해가 될 수 있는 것 들을 버릴 수 있고, 검정 쓰레기통에는 땅 에 매립해서 처분해야 하는 썩지 않는 쓰레 기를 버려야 한다. 또한 배터리, 의약품, 농 약 등 쓰레기통에 버리지 말아야 할 물건들 도 있다. 이들에 대한 리스트는 해당 지역 쓰레기 수거 회사 웹사이트 또는 각주 수 거 담당 부서를 통해 확인하는 것이 좋다. 교회의 환경 지킴이는 하나님 아버지가 창 조한 세계를 자녀 된 우리가 가꾸고 지켜나 간다는 측면에서 충분히 성경적이다. 특히 환경 운동을 하는 교회들의 동기를 살펴보 면 ‘CARE OF CREATION’이라는 단어 가 유독 자주 등장한다. 미주 한인교계에서도 환경 보호에 앞장서 는 교회를 찾아 독려하고 창조의 산물을 지 키기 위한 기도를 함께 드리는 운동을 펼치 면 좋겠다는 생각도 든다. 지금이라도 작은 것에서부터 시작하는 것은 어떨까? 교회가 세상의 본보기가 될 때 빛은 힘을 얻고 소 금은 맛을 되찾을 수 있을 것이다. <크리스찬투데이, www.christiantoday.us>

심우진

수요예배: 오후 7:20 주일1부예배: 오전 8:00 금요청소년모임: 오후 7:30 주일2부예배: 오전 10:30 새벽기도 월-금: 오전 6시 주일3부예배(영): 오후 12:00 토요새벽기도: 오전 7시

기드온 동족선교 대표: 박상원 목사

425-775-7477 www.gideonbrothers.org 16825 48th Ave. W. #345 Lynnwwod, WA 98037

스패나웨이 벧엘성결교회 주일한어예배: 오전 11시 주일영어예배: 오전 11시 교회학교: 오전 11시 금요성령집회: 오후 7시 목요성경공부: 오전 10:30분

전화: 253-257-6968 교회: 4816 224th Street East Spanaway, WA 98387 웹사이트: www.anointingch.org November 08, 2019

813 호

35


연재소설

GoodSnow (눈의 회상: 조선독립을 향한 꿈과 사랑) "눈의회상"은 앞으로 미디어한국 주간지를 통해 매주 연재로 나갈 것이며 저자인 홍성아목사와 출판사인 홍성사와 계약을통해 연재한다. "눈의 회상"에 대한 모든 저작권은 홍성사에 있으며 이 소설에 대한 복사, 배포는 불허한다 <편집자 주>

저자 홍 성 아 현 페더럴웨이 금란교회 English Ministry와 한영 독서학교 교장

원래사람을 한 성깔열흘도 있잖아. 뜻만 병“미영이가 보석을 받은 안되어 기울대로 기운 가세에 급한 혼처를 찾는 처 확실하다면 간도에서 뿌리내리고 독립군 다시 잡아가는 법은 없다고. 인주 날이 저물고 있었다. 서쪽그리고 하늘이 지에 반듯한 양반집은 언감생심이었지만, 막 을 빛으로 돕는데 요긴한 역할을 잘압록강은 할박것씨를 같더 설의 병약함을 증명이라도 하듯 홍 환한 것으로 보아 붉 상 농사꾼집이라는 말을 듣고 그녀의 부모 라구. 어차피 돌아갈 수도 없다는데... 그 형무소로 보냈던 것이다.있을 인설은 박 씨에무 은 석양으로 타오르고 것이다. 는 억장이 무너져 내리는 것 같았다. 하지 리고 평양에서 자신을 찾는윌콕스 관심이 좀 사 게르익은 학교로 가자고 하였다. 저녁 빛은 소나무와 전나무교감 숲을 만 토지도 넉넉한 꽤 잘사는 집이라는 말에 라지면 그때 가족에게 알리겠다고 했어. 에게 인사라도 하려 그와 했던 것이다. 그러 안온하게 함께 보랏빛 어 위안을 삼아 감쌌다. (보부상은 장사하는 습관대로 그러라고 했지. 어느 날못한 같이 술 나둠이 그녀는 자리에 없었다. 인설은 이제 안개와 함께그런데 강바람을 타고 군중들 소작농도 자작농으로, 자신도 보지 얼 을 좀 마셨는데... 그리고는 정말 기억이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았고 아무 마구 생각도 의 매우 혼란과 흥분이 가득한 운동장에도 굴을 단정한 청년의 모습으로 부밀 없어. 일어나 보니...” 현은 태성의 평소 나지 않았다. 그녀는 집으로 돌아와 깊 려 왔다. 인설의 이마 위의 머리카락이 풀릴수록 신이 나서 말했던 것이다) 더알 에잠에 표정변화가 크지 않은 얼굴이 겉잡을 은바람에 빠졌다. 날렸다. 이 시간이면 언제나처럼 아볼 것도 없이 혼인날을 잡았다. 이것이 수모가 없이 붉어진 것을 말을 멈추었다. 태성 열여섯 한 혼인이었고, 첫 그 무렵 현은나이에 북간도의 동료로부터 소 불어오는 바람, 멀리 보고 대륙으로부터 불어 날밤 등잔불을 켰을 때 본 늙수그레한 총각 태성은 자리에서 벌떡 일어났다. 식을 운들 와서받았다. 압록강을명동촌에서도 건너 온 저녁독립만세 바람이었다. 의동을 얼굴은 그녀가 아버지 현과 외에 본입으로 첫 사내 으나마나 뻔한 이야기를 현의 계획하였고 거사일도 일주일 후로 잡더 인설은 이 순간이 함께 보내고 의았다는 모습이었다. 혼인식은 벼락치기로 싱겁 듣고 싶지 않았다. 문을시간이라는 열고 밖으로 것이다. 편지를 읽다가 현은것을 그나가 부깨 싶었던 압록강의 일몰 게분에서 지나갔지만, 다음날 새벽부터 시작된 시 자 미영이 기다리고 있었다. 그녀는 태성 자신도 모르게 미간을늘 찌푸렸다. 달았다. 실은 현도 만주에서 보던 똑같 집살이는 맵고도 끈질기게 시작되었다. 가 에게 ‘오빠, 나랑그 얘기 좀 해.’ 라고 ‘만주에서도 만세시위를? 조선말하고 전역 은 노을이었다. 사실은 몰랐지만, 인설 난하기는 매한가지였지만 양반집과 상민집 그녀의 숙소로 이끌었다. 에서 만세시위로 인해 아무 수 은 긍지에 찬 표정으로 현을성과없이 바라보았다. 의 차이, 경남과 평양의 지역적 차이, 귀염 “오빠, 말하는 많은 사람들이 죽어가고 있다미영의 사실을얼굴 아 ‘현 씨, 놀랬지?” 슬퍼하지 말아요. 약속지켜줘 받던 딸에서 아내와 며느리의 역할 변동, 은 태성의 눈치를 조심스러웠다. 직도 모르는 걸까.’ 보는 그는듯생각하면서 마 서, 나를 찾아와서 고마워요. 당신이라면 기후와 음식의 차이 등 모든 것이 낯설기만 그러나 그녀는 여전히 침착했고 조 답답해졌다. 해 낼 줄 알았어요. 사랑하는 당신, 당신 한음이 태성모를 바라보며 시집 시어머니와 시 금도 부끄러워하거나 어색해하는 기색 편지의 내용으로 볼왔지만, 때 놀랐다. 명동촌 뿐그들 아 을 기다리며 여기까지 더 이상은 누이들은 언제나 한술더 떠 이 없었다. 연해주와 북간도, 서간도 만주의 힘들 것 같아요. 나 때문에 너무등 많은 사람 은니라 매우 예민했고, 작은 차이에도 눈이 휘둥 “너, 어떻게 수 있니? 너에게 거의 한인촌들이 이미 만세 시위를 들이모든 망가졌어요... 당신은 그런 실수하지 그레졌으며, 조그만이럴 착오에도 큰 소동을 일그 렇게 많은 도움을 준 사람이 인설 말했다. 씨현은 아니 으켰다. 그리고 양반집 딸을 상전으로 모 하였거나 할인설의 예정이라는 것이었다. 마시길...’ 눈이 현을 보며 시고 살게 된 비참한 자신들의 운명과 상처 냐. 니가 어떻게?” “말이얼굴을 안되는구나. 기독교인들 두 손으로 감쌌다.너희 그의 눈에는 받고 받은 자의 권리를 주장하며 모진않 “그러니까 오빠는 지금 내 걱정이 아 이 모욕 한인촌에서 친일 스파이 짓을 하지 말을 탄 일경들이 총검을 휘두르며 만세 말을 쏟아내었다. 니라 인설 걱정을 하는 거지? 역시 그 았나. 너희씨때문에 우리 연합군 전력에 운동을 하는 마을 사람들을 짓밟고 마을큰 그들의 아들이자 오빠인 태성 모의 남편은 렇군. 오빠야 말로 너무한 거 아냐?” 그 을 쑥대밭 만드는 광경이 훤하게 그려졌 예민한 여인네들과 전혀스치는 다른 성품의 소유 녀는 서운한 기색이 가 싶더니 다. 어떻게 일군 한인촌들인데. 그는 돌흥 자로 집안의 일에는 둔하고 바깥일에는 급 분해서 말을 생각했다. 빠르게 했다. “나야말로 인 아가야겠다고 했다. 하지만 천성이 선량하고 부지런해서 설 다음날 언니와오전 부인회를 위해서 인생을것희 태성이 회사에내출근한 그 점에선 태성 모는 밥걱정은 안 해도 되 생했다구. 인설 언니는 그것만도 을 알고 현이 사무실로 올라왔다. 평생 나 겠거니 적이 안심했다. 그러나 신랑이 추 에게 감사해야 해.있었구나. 그리고 막말로 내가 “여어, 현! 아래 요즘은 멀 위와 더위를 가리지 않고 새벽부터 일어나 유부남을 꼬셔서 살림을 차렸어? 그렇게 리 안다니나 보네.” 태성이 반갑게 현을 농사일을 했지만 지주 양반집에 소출을 바 좋아한다면서 왜 압록강 건너와서 현오 보고 말했다. 치고 나면 빈손이나 다름없다는 것을 알게 밥상차려주고 살림 안해 줘? 혼자서 “어.” 된빠 결혼 첫 해 가을 그녀는 경악했다. 그녀 고상한 척 고고한 사랑을 하는 척은 이장님이 시누이들이 감사하다는자신을 말다하 꼭 는 그 “참, 때 왜조시어머니와 고! 고생하기 싫으니까 망가지기 볼전해달래. 때마다 모진 표정으로 양반이라는 단어 사흘 전 장날에 일어난싫으니 만세 를시위에 발음하며 그렇게 치를 떠는지 알 수외롭 있 까 안 자기 오는거지. 현 오빠가 얼마나 마을 사람들이 나갔는데 그 을때게 것일제 같았고, 저 멀리 보이는 이 부잣집으 살았는지 알아? 크게 음식이며 군인들에게 다치고옷이며 끌려갈챙 로뻔겨주는 곡식을 그득그득 실은 수레가 들어가는 사람없이 진짜 딱해서 못보겠더 했는데 독립군단이 막아주어서 잘 피 것을 보며 자신도 그 모르게 쌍욕이때나오 나야말로 일이천한 일어났을 죽고 할라... 수 있었다고. 그리고 마을 사람들이 는 입을 주먹으로 막았다. 한편 그렇게 소 싶었다구. 믿었던 현이 써달라고 오빠가 그렇게 모은 돈을 독립자금으로 보내왔나 처럼 일하고도 빈손과 다름없이 집으로 돌 올 줄은... 평양에서도 돈 많고 잘나가 어.” 태성이 나, 말했다.

16 36 16

713호 790 813호 768 호

아와서는 사람 좋은 너털웃음을 웃고, 방바닥 는 동경 줄줄 따르던 “요즘유학생들이 집집마다 형편이 말이 몸이야. 아닐텐데,그 에 쓰러져 자는 남편이 한없이 안쓰럽고 불쌍 중 아무하고나 결혼할 수 있었다구. 그렇지만 무슨 돈이 있다고. 독립군단은 전투대인데 해보였다. 그를 바라보며 아버지가 그렇게 신 어쩌겠어? 이제 나도 오빠한테 지조를 지킬 구조대도 아니고 있는건지 모르겠다. 차질을 빚게 되니뭐하고 그래서 당한 것이지. 인과 성하게 발음하던 경성에 계신다는 나라님이라 거고, 현 싸워 오빠도 나를수도 책임져야 돼.” 일병들과 죽일 있는데 그렇게뭉쳐 치 응보이다. 한인촌들이 한 가지 사상으로 는 분을 원망스럽게 떠올렸다. 미영의 말은 듣는 사람을 미안하고 무안 고야결혼 빠지고 보복 당하는 사람들이 민간한 게릴라 전을 되는 하는 우리도 안심하고 목숨을 두 나면 해째 해 태성을 낳고 가을 하게 하며, 일견 일리가 있는 듯한 논리를 따 인들이라서 함부로 싸우지도 못하고...” 현은 걸고 싸울 것 아닌가.” 현의 동료 소대장은 모 창 바쁘던 추수도 끝나가던 시월 하순 무렵 어 라가다보면 결과적으로 미영 자신을 최대 피 스스로 불만스럽다는 듯 말했다. 두에게 들리게 준엄하게 타이르듯 설명했다. 느 날 밤 남편이 말했다. “태성 엄마, 나 어디 해자이며 선한 의도를 사람이 “돌아갈 때가 된것 현은 그의지금 고되 “관두자. 너희가 우리를 믿는데. 다녀올 데가가장 있는데... 한같아.” 며칠못가진 걸릴 거야.” 그 어 있었다. 그것이 너무 완벽한 결론이어서 민을 이해한다는 눈으로그너희 바라보는 태성에게 리고 사람 좋은 가졌으니 웃음이 얼굴이 너희가 권력을 말이떠올랐는데, 맞게 들릴 태성은 오히려 의심이 갔다. 그 후 이십년이 지금에도 그녀는 웃음 말했다. “거기서도 만세 시위를 할 것그 같아. 것이다.” 인설이지난 쓰디쓰게 말했다. 에 평상시와 다른 점을 전혀 느끼지 못했다는 “먼저 여기 미안하다. 오빠로서 너있으니 괜찮냐는 독립군단도 너무 오래 머물러 꼬 그것이 현이 기억하는 인설의 마지막 점에서 자신을 자책하고, 그 웃음에 아무런 말을밟힐 먼저것 물었어야 했는데... 그건 사과할게.” 리를 같고. 만일 발각되면 회사에도의 말이었다. 미를 담을 줄 몰랐던 남편을 원망하기 태성이 사과를 하자마자 미영이 못을갔다 박았다. 폐가 될 것이고.” 현은무심한 마루를 왔다 걸 도 하며 살고 있는 것이다. 다음날 새벽 “오빠의 사과 받을게. 오빠도 놀라서그녀 그 어 다니며 말했다. <에필로그> 가 일어나기도 전 남편은 동네 남정네 서너 명 랬겠지.” 그녀는 태도로 태성은 현의 고충을 잘 알 말했다. 것 같았다. 그런 마음 이해관대한 못하죠? 과 해주에서 봉기된 동학농민전쟁에 참여하러 고모 고모부를 비롯해 학교 첫“평양에서, 집에 살면그의 그 집에서 오래오래 자식낳고 그래서 말없이 얼굴을 바라보다가 입 내려갔고, 그것이 마지막이었다. 사람들 등 많은 사람들이 너 걱정 많이했다. 심은 묘목이 커가는 걸 보며 그 나무 을정원에 열었다. 남편이 싸우러 나갔다는 동학 전쟁에 대해 알 여자 몸으로 만주까지 무사히 가서, 군자금도 에 감이 열리는 것을 볼대상이 때까지 살 “인설 씨는? 데리고 갈거냐?” 그 물음 면 그녀는주렁주렁 충격에 빠졌다. 싸움의 나라 잘거의 전하고. 정말 잘했구나. 그런데 어떻게 고 싶은 마음. 다른 곳에 이사 가고 싶지 않 은 ‘데리고 가라’ 하는 권유로 들렸다. 였다. 그 말은 남편이 이제부터 살아도 죽어 서간도에 갈 생각을 상해로 전하기로 은 마음. 이 했니? 집만이 나의뜻인 유일한 집 “모르겠어.” 현이 자신 없는 표정으로 도 씻을 수절대로. 없는 역적이 되었다는 것이다. 한 것 아니었어?” 이고 싶은 이 집이 다른 사람의 소유가 말했다. 관군의 총이마음. 남편을 겨누고 있는 악몽을 수없 “상해로 전하기로 한이 돈이라는 알고찾 있 되길 원치 않는 마음.그런데 집에게도 내가 살 그날 저녁에 태성과 현은 인설의 이 꾸며 괴로워했다. 소문을건집을 듣자하니

지는 풍습대로 그녀의거남편이 어머니와 두 여 서년은 나이 들어 보였다. 반백의 머리카락 되는지. 오빠도 독립군 소대 받은더선량한 관용을 돌려주고 싶어했다. 않아. 망치면 이런느낄 기회는아냐. 다시 오지 않을거 을 시작하다가 찻잔을 만지며 혼자서 무언가 동생을 먹여 살리고 있었다. 태성부가 동학란 마저 듬성듬성하여 쪽이 잘 지어지지 않아 조 장의어떻게 지위가내얼마나 중압감이 자리 추억하듯 태성이 현을 믿어주고 싶어하는 것도 어느 바로 야. 마음을외롭고 전하지? 무엇이큰현이 미소를 지어 눈길을 끌더니, 에 참가하고 전사내지 행방불명된 후부터는 그맣게 쪽지어 올려붙였고, 가랑잎에 옷을 입 인지.싶은 오빠라도 무섭고기다릴 힘들 때가 그런 상황이었다. 듣고 말일까?’ 와두렵고 가장 남자를 가까웠을 것이다. 고개를 돌려 현을 기억안에 바라보며 눈꼬리가 반 평생 그현기억만 가지고도 수 덧 내 완전한 사랑의 다시 들어와 그 부양의 책임이 장남의 처인 태성 모의 몫으 힌 듯 바스라질 것 같이 작고 가냘픈 체구였다. 왜 없겠어. 하지만 부하들에게 보일 순 달 “미영이 한테맑게 너무웃었다. 뭐라 하지 마라. 결 현은 거실 한가운데 여전히절대 서 있었다. 모양이 되도록 그리고 대담 있어요. 쉬고 싶다면 로 고스란히 남았다. 아들이 동학란을 위해 집 한때 초롱초롱 빛나기도 하였을 작은 눈은 잿 없지. 하지만 나는 그이의 눈빛만 봐도 알아. 국 내 책임이니까. 처음에는 정말 그럴 의도 현의 흐릿해 눈을 바라보았다. 오히려 현이 얼이마 주방에서 인설이 무언가 꺼내고 여닫는 소리 기다릴 것 같아요? 그렇게 하세요, 여보.때가 좋은 생각하셨네요. 을못나간 다음부터, 시어머니는 아무것도 하지 하게 빛으로 보일 많았다. 반듯한 가 없었기 때문에 당황했었지. 그 후에는 실 혼자 떨고 있는 아이 같은 눈빛, 나 굴을 붉혔다. 가두려워서 들으면서 주위를 둘러 보았다. 하얀 전등 <성춘향이 이도령에게> 얼굴을 살짝 붉히던, 수줍은 말투로 자기 않고 아들의 시신 없는 죽음을 슬퍼하느라 어 와 콧대만이 고향집에서 책을 읽던 소녀시절의 미영이 도움을보여주었다. 많이 받았어. 얘기했 한테만 보여줘. 내 품에 두려움을 다아무 쏟아낸 갓이 씌워진 램프가 놓인 테이블, 창문을 가 현은 느꼈다. 인설의 수줍은내가 듯 다정스 얘기를 끝없이 하고 싶어하던, 언 이십년이 가까운 세월을 일손에 보탬 은문기의 자취를 밖에 나가면 더욱시누이들도 용맹해지지. 부하들 지.그가 서간도에 다시않고 갔을 때 나는 살고 싶은 린후에 두터운 재질의 파란 꽃무늬가 수 놓아진 상대만을 기다린 사 온다.변치 그가 온다. 그녀의 가슴은 뛰 혹 함께 있는 것이 좋은지 환하게 웃던, 이나와 되어주지 않았다. 멀리 시집가 러운 그태도가 세월을 어떻게 견뎠는지 생각해본다면, 이 우리 관계를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걱정 마음이 없었어. 동지들을 다 잃고 다시 시작 가질 수흐름이 있는 맑은 자부심에서 나온 생 커튼, 서양식 쇼파와 그는수시로 왠지 모 지아, 않고 근처에 자리양탄자. 잡고 좋아하는구나. 살면서 어머 람만이 자는시간의 그녀를 엄청난 정신력의 소유자라고 었다. 축복이었다. 이 사람이 나를 정말 그 마. 내찾아오면서 존재는 그이의 카리스마에 신비함을 할각할지도 자신이것을. 없었어...그 때 미영이가 옆에 있첫 니를 함께느꼈다. 살던 습관대로 어쩌다 모르겠다. 실은 그렇지 않았다. 를 거부감과 답답함을 어색하고 불 것이라는 현의 뻣뻣하게 보였던 어깨 공기속에 향기로운 입자가 떠도는 것처럼 느낌만 있으면 그 확신만 있으면 나누어 가져갈 것이 생기면 어머니가 째는, 그느껴졌다. 당시 동네다물어졌던 운명이 더 보태주고 있으니까. 원래그것은 사람들은 지도 어줬던 것에 감사해. 그렇다고... 태성아, 내비 편했다. 도망치고 싶었는데 마치쥐어주 시 풀렸다. 일자로 입술이 한결 평생을 기다리고 못만나도 후회하지 않 가 향기롭게 매대부분 순간이여인들의 그녀의 심장이 는 대로 다 가져갔다. 그러나 밝혀둘 것은 이 슷비슷했기에 덜 억울했다. 두 번째로, 그녀가 자가 뭔가 다를수록 우상시하니까. 가 너에게 말하면 너를 험지를 앞둔자신들과 학생이 쓸 말을 준비해 두지 못 자연스러워 졌고 무엇보다 눈매가 달라졌다. 아요. 뛰는 것조차이렇게 시간의 흐름을죽일놈인데... 세어주는 것 같았 들의 딱히 성품이 못되거나 이기적이라기보다 너무나 바빠서 생각할 틈이 없었을 뿐이다. 퇴폐적인 것일 때는 더욱 열광하지!” 미영이 사촌오빠가 아니라 내 친구로 여기고 했을혹시 때 느끼는 감정과 비슷했다. 장난스럽고 반짝거리는 것이 오년 전 마 그가 다른 사람이 되어 나타난다해도 그것은 다. 반들반들한 마루도, 움직이지 않는 화분 는그 당시 조선의 풍습대로 어느 집이든 비슷 지막 비결은 이것이었는데, 그녀는 동학운동과 태성은 더 이상 듣지 못하고담긴 소리 누구의 말할게. 그렇다고 미영이를 사랑하는 건자 아 그“닥쳐!” 때 인설이 작은 주전자가 마음도 만들 수 있다는 안의 식물도, 빈부드럽게 의자들과 식탁도 말없이 흥 내 기억속에 그찻잔과 사람은, 우리 사랑은, 너무 비슷한 모양새였다는 것이다. 의병운동 그리고 독립운동에 많은 가치를 부여 냐. 내가 사랑하는 사람은 인설 씨 뿐이야.” 쳤다. 하지만 미안해져서 말했다. “못하는 쟁반을 들고 왔다. 현은덧칠 그녀가 앉으라 해서 충만하던 눈빛을 다시금 퍼 올려 분한 것 같았다. 석양이 스며드는 저녁, 비스 나 완전해서 그곧누구도 할 수 없어요. 그 신감으로 그렇다면 어쩌면 다음 부분도 풍습에 기인한 했다. 그녀는 조용히 남편의 죽음이 가치 있어 말이 자신조차도. 없구나, 결혼도 안한 아이가.” 태성은 그 순간 이 소식을 이해할 수 없는 말 사람 듬하게 들어오는 햇살도 듣고 조심스 앉았고, 뭔지 모를 차를 잔에 따라주자마자 내고 있었다. 그리고 이렇게 말하고 있었다. 것이라고 이해할 수 있을까. 태성의 조모를 비 지는 세월이 오길 바랐다. “오빠 말 잘했어! 결혼도 안한 처녀를 이 이해되어지는 자신이 모든 남성을 대표 그래서덕분에 행복을차에 빌어대해서 줄 수도 있어요. 당 럽게‘나, 물어보는 같았다. 마셨다. 먼저 설명하고 당신이것 많이 보고 곧이어 싶었어.밀고 당신들어 많 한편 그녀는 마음 속 깊은 곳에는 정말 자신 롯한 친족들은 태성 아버지의 동학란 객사에 이렇게 만들어 놓고, 결혼을 안하면 안되는 이 해생각났어.’ 부끄러웠다. 와 온 집안을 가득 메우던 밤의 어스름도 그 신은 기억 속의 내 사랑과 너무나 닮았지만, 권하려했던 인설의 계획이 어긋났다. 그러나 그 눈은 또 이렇게 말하는 듯 대하여 전혀 다른 생각을 가지고 있었다. 그 의 단명할 운명을 남편이 가져간 것이 아닌가 거 맞지? 아님 나를 이용하고 있는 거잖아. “누군가 의병의 정의를 이렇게 내렸대. 다르군요. 다른 사람이군요. 그러니까 행복잘 했다. 날부터는 보랏빛 환희를 입고 화사하게 오는 ‘해준 것도 없는데, 미안할 뿐인데, 그시어 그녀는 침착하게 하려던 말을 했다. 들의 생각은 이러하였다. 우리는 어찌어찌 하는 두려움과 죄책감이 있었다. 그래서 그러니까 현메밀차에요.” 오빠한테 말해 줘. 나랑 어서 래도 목숨을 내놓고 싸우는 자.미워할 독립 수 투쟁도 꼭그 빌어줄게요. 것 같았다. <인설> 날 생각해 준거니?’ “따뜻한 인설이 그의 눈을 살고 있었다. 든든한 장남이 우리의 울타리가 머니와 시누이들을 마냥 없었다. 결혼하라고. 모양새 갈수록 이상해진다고.” 성공시키고, 살고 싶은 것은 인설 씨를 위해 <인설>바라보며 인설은 그 눈을 보았고 바로괴로운 읽었다.인생으로 그 주의깊게 되어주고 있었다. 말했다. 동학란이 일어나 떠나기 까 녀의 바람이란 자신과 남편의 “미영아, 너 눈을 정말!” 태성은 더 이상 할 말결 리고 서인데, 죽음이 나를미소 압도하려 할때 나를 깨열 그녀의 따뜻한 눈은 이렇게 말 비로소 들어 인설의 눈을 보았 지.현은 그런데 동학란이 일어난 시점은 아들이 모든 액땜이 끝나고 아들띤태성부터는 길운이

었지만, 내가 거기까지 가기엔 너무 멀었어. 관군을 동학농민 토벌을 돕는 것이 고 숨쉴도와 유일한 주인이고 싶은 마음. 전일본 그 아 갔다. 태성은 현과 인설의 대화가운데 끼 군이라고 했다. 전쟁이 끝나고도 일본은 제 나 서간도가 제일 없었다. 가기 쉬웠어.” 사람이에요. 일런 의사가 전혀 그러나미영이 태성이조금 인설당 라로 않고 슬금슬금 많은 일본인 황스러운 목소리로 말했다. 이돌아가지 세상에 사랑이라는 것이더 있다면 을 만나서 얘기해 보라고 하자 현은 매우 쑥 들을 조선 땅에 부르더니, 급기야 일본 하필 싶은 현에게 자금을 준 순사들 거야? 단“그런데 한번만 해보고 마음. 두태성은 번째 사랑 스러운 표정을왜 지었다. 그것으로 혼 이 활개를 치는 나라가 되었다. 기어이 얼마 서간도서 사람들에게 말하면 상해에서 따윈 내인설의 생애에 없었으면 하는 마음. 자있는 집에 찾아가는 것이 현에게기다 어 해 전 나라를 강점했다. 그리고 그런 일이 일 리고 있는 처음 사람에게 전해 않았을까?” 그만큼 사랑한 그주지 사람과 오래오래 색한 일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그래서 태성 어나는 사이 동학란에 참여했던 많은 사람들이 “그, 그건 내가 주고 싶었으니까. 내가 살고픈 마음. 한 것이다. 인설의 집 문말 이잘함께 가 주기로 의병이 되어 일본군과 싸운다는 소식도 지나갔 현이 오빠부르면서, 부대 꼴이태성은 말이 아니더라 멀리 떨어져있어도, 죽어서도 그 사람이 내 을했잖아. 두드리고 인설을 어쩌다 고, 그들 가운데 살아남은 일부가 만주로 가서 고.이것이 그리고 인설 언니도 현 오빠 어디있는지 유일한 사람이고픈 마음. 가 자신에게 자연스러운 일이 되었는알 독립운동을 한다는 소식도 들려왔다. 그 무렵 았다면 당연히 현 오빠한테 보내려고 했겠지!” 이태성모의 세상에 사랑이라는 것이 있다면 그런 지 속으로 헛웃음이 나왔다. 부터 낯빛에는 아주 알아보기 힘든 “그러니까 너는 일부러 현이 어디있는지 사랑을 하길 원해요. 그런자신의 사람이에요. “인설 씨, 혹시 자고전이제 있었던 것 아니에요? 화색이 돌았다. 그것은 아들이 역 알아내서 현에게 거네.” 전좀그렇게 살고왔다는 싶어요. 몸은 괜찮아요?” 태성이 물었다. 적 소리는 안 들어도 되겠다는 안심이었다. 남 “뭐, 싶은 거야? 이제속에 와서? 네.뭐를 그럼요.” 인설은 대답하다가 현아 편이“아, 만주로 간 알고 동학전쟁 출신 의병들 내가 오빠와 인설 언니의 지고지순한 사 직 살아남아 있으리라고는 거의그를 믿어지지 않았 단현 삼일의 사랑의 기억만 있으면 여자는 이 뒤따라 들어오는 것을 보고 바라보느

이 생각나지 않아 악의에 찬 눈이었다. 눈빛을 쏘며 흥잘 하고 워준 것은 미영이였어. 하지만피뢰침 태 혼한 이듬해였다. 그러므로 아들이약속했냐 결혼을 리는 것뿐이었다. 만약웃기지. 자신의 인생이 어떻게 그렇게 확신하냐구요? 있었다. 다. 편안함과 고요함을 주는 사랑 처럼 모든 악운을 흡수할 수 있다면 그녀는 못한 것이다. 혼기에 결혼을 하는 것은 누구나 분해있는 미영을 바라만 보았다. 강요하지 성아, 내가 당신을 해결할 생각하지 게. 나를 않은 믿어적 줘.” 현의 기 구요? 의 확신을 가졌지만 결코 상대에게 ‘하루도 없었어. 꺼이 그러길 바랐을 하는 것이니 결혼자체에 잘못이 있을 수는 미영이 그를 잠시 바라보다가 방을 나없 네 얼굴에 솔직하게 모든것이다. 것을 다 털어놓은 자 맹세나 약속이 확신을 가져다 준다고 생 않는 눈빛이었다. 현은 그 눈이 잔잔한 물결 생각하며 잠이 들고, 날이 다시 밝아 오면 다. 그러므로 부인을 잘 못 얻은 것이다. 우리 태성과 조카들이 집 마당에서 이야기하고 갔다. 가 보여주는 환한 너와의 미소가 세 떠올랐다. 각하나요? 긴 시간들을 페이지 밖에 없있을 이 미풍에 흔들릴 때처럼, 속에서 우러나오는 길고 집에 며느리가 잘못 들어와 아들이 죽고, 비껴들어오는 석양을 받으며 열린 문으로 뜬 눈으로 밤을 새운 태성은 새벽나가 닭이 처 는 때, 태성은 자신이 묻고 것 이보세요, 여자들이 그렇게 어수룩한 줄이 아 추억에 의지해서 버텨싶고 왔어.알고 그거싶었던 보고 또 미소로 흔들린다고 느꼈다. 아름다웠다. 가세가 기울었다. 태성 모가 들어왔다. 음그의 울기를 기다려 현을믿어서가 방을 찾아갔다. 을 다해서 말해이제 준 현에게 더 이상 할 말이 없었 나요? 남자의 맹세를 아니라 제 시선은 눈 위의 반듯한 이마, 이마 위 보고 너덜너덜해졌어. 앞으로도 생각이 여기까지 이르자 모든 것이 분명해졌 “아이고, 영천이, 병천이구나. 놀다 가려고 들 “현아, 자나? 가기 전에 할 말이 있다.” 다. 그는 생각했다. ‘현에게 뭔가 생각이 있 내 사랑이 자랑스러워서, 일생에전과는 단 한번달 올 그것 밖에 못 보고 살아도 괜찮아요, 괜찮아.’ 로 반듯이 빗은 머리 (그 머리는 다. 새애기가 들어올 때 멀리 경남에서 여기까 렸니. 오늘도 학교 일찍 마쳤느냐?” 태성이 방문 밖에서 물었다. 태성의 부드러 지금은 내가 이 친구를 믿어줘야 할현 때 까말까 한다는 그 진정한 사랑이 나에게 주어 겠지. 리 결혼한 부인처럼 쪽진 머리였다) 그리고 인설의 눈이 하는 말을 읽어 갈수록, 지 시집보낸 걸 보면 필시 사주팔자가 안 좋은 “네. 큰어머닌 어디 다녀오세요? 밭에도 가 운 것이 목소리는 현에게내그가 추궁하려는 것이현 아 의 다.“ 그는 어두워졌다. 고개를 끄덕이고 작별인사를 했다. 진 감사해서, 사랑을 지키는 거에요. 귀가 보이는 옆선으로 옮겨갔다. 인설은 표정은 딸을 멀리 보낸 것임에 틀림없다. 하필 저 남 보았는데.” 아이들은 큰어머니 치맛자락을 붙 알려주고 있었다. 당신은 그 며느리를 사랑의 기억 안에 살든, 밖으로 의님을 시선이 어디에 향해있는 지 알고 있었으므 너 생각하지 못하고 지낸 적도 많아. 쪽지방에서 따라온 액운이 우리 집 ‘실은 들고 매달리며 말했다. “들어와라. 안 잔다.” 안에서 현이 말했다. 뛰쳐나가 모험을 하든, 그건 자유예요. 로 시간을시어머니가 주기 위해서 다시속에 한번 주 년 앞으로도...’ 그는 솔직하게아이들에게 고백했다. 답하다가 에그에게 달라붙다니. 슬픔 십여 “이웃집에 다녀왔지.” 태성은 문을 열고 안으로 들어갔다. 만 그래도 내 사랑, 당신이 해가 여러 번 바뀐 전자를 기울여 현의 잔에 차를 따라 넣었다. 그러나 인설의 눈은 조금도 기색 마 을 자리 펴고 누워 며느리가 차려오는 밥상을 태성이를 바라보며, “혼인 잔치실망한 돕다 왔다. 약 그 순간 자책을 하며손가락이며 자포자기하고 다음에 다시 돌아온다면, 보이지 않고 김 이렇게 현은 그 현이 주전자를 잡은 조 을침 먹으며 내린 결론은 이것이었고, 곧 시누이들 잘 왔다. 진사말했다. 댁에 갈 일 있는데 같이 있었다면 태성은 현을 영원히 혐오했을 것이있 가자꾸나. 말했다. 의다시 전폭적인 이해와 지지 속에서 증거까지 돌아와도 되겠니하고 묻는다면, 심스럽고 유연한 몸놀림을 보면서 이 순간 는 기정사실이 되었다. 그 증거는 사랑하는 두 아이들을 제 집으로 가는 길에서 헤어져 다. 또는 미안함에 어쩔 줄 몰라하거나 구차 이 지난 오년간의 보상이라고 여기고 싶어졌 오 라버니가 죽은 것이었다. 보내고 그때부터는 모자가 나란히 논두렁길을 하게 남탓을 하며 변명을 늘어놓으려 하거나 다. 자신이 남편으로 이 자리에, 이 집에 있 나에게 닥친 불행이 누군가의 탓이라고 생각 걸었다. 벼는 한창 푸르러지고 있었다. 태성 했다면 분노가 솟구쳐서 나중에하 후 다면, 이 억눌렀던 소박한 즐거움을 누릴 수 있다면 하면 한결들었다. 이해가모른다. 쉽게 되는 법이다. 어쩌면 은 어머니와 보조를 맞추려고 발걸음을 늦추었 말을 했을지 그러나 친구를 맞 는회할 생각이 전통 미신도 이런 사람의 심리를 이용해서 오 다. 청년의 발걸음보다는 느려도 태성모의 걸 는 현의 어렸을 적 “잠을표정과 잘 자야몸짓에는 된다는데태성이 가끔 밤에 잠이 랜 세월 번영한 것일지도 모른다. 그녀의 존 음은 강단졌다. 십 수 년 논일 밭일과 마을의 익히 있어요.” 아는, 현의 본질이지 매력이라고 안부터 올 때가 인설이 천천히 말했다. 재는 그간 이 가정의 가난과 동학란과 아들의 온갖 허드렛일에 단련된 그녀는 가볍고 자그마 생각하는 선량함과 관용이 어려 있음을가 보 “그럴 때 메밀차 마시면 좋다고 이웃에서 죽음과 일제강점으로 인한 압제의 원인까지도 한 몸집을 재게 움직이며 사는데 익숙했다. 오 았다.줬어요. 적어도 마시기 태성에게는 느껴졌다. 져다 좋죠?그렇게 아, 국화차도 있 설명할 수 있는 살아있는 대상이었다. 그들은 후가 끝나가고 있었지만 초여름 빛이 아직 뒷 인간의 선량함을 믿고, 타인의 약점과 모 었는데. 가을에 친구가 표출하거나 직접 말린 거라 날마다 작년 그녀를 보며 분노를 가슴을 목덜미 목덜미를 따갑게 맞추고, 모기떼가 모 관용을 베풀고 기다려주는, 모든 며순에 나눠 줬는데, 겨울 내내 마셨어요. 그건 치며 한숨을 쉬고, 온갖 모멸적인 말을사람에 쏟아내 자의 땀 냄새를 맡고 얼굴 주위를 빙빙 돌며 성 게 그런 기회가 주어져야 한다고 여기는 그 향기가 강해서 밤에 마시면 안돼요. 현 씨 며 괴로움을 달랬다. 가시게 했지만, 그녀는 아들과 함께 하는 이 시 대로 살다가 온텐 친 가신념이 한 달 이끄는 만 일찍 왔어도 맛 볼여기까지 수 있었을 열다섯에 시집와 열여덟에 남편을 잃은 태성 간이 흐뭇하고 좋았다. 구라고 생각했다. 태성의 마음 속엔 친구에 모는아,이렇게 남편이 떠난 집에 남아 물질적인 “김 진사 댁은 별고 없지요?” 태성은 어조는 데... 그리고...” 기둥뿐만 아니라 심리적으로도 가족들이 딛고 조금 심드렁하였다. 이번 방문의 목적에 대해 대한 고마움과 사랑으로 다시금 온기가 살아 인설의 말은 초봄에 얼었던 시냇물이 녹 일어설 수떨어지다가 있는 디딤돌 역할까지 해왔다. 났다. 태성의 마음을 녹인 현의 선량함과 관너 한참 만에 이렇게 돌려 물어본 것이다. 알아도 아서 똑똑 해가 더 비치면 녹아 무 일찍부터 무거운 인생의 무게를 져온 탓인 좋고 몰라도 좋았다. 보나마나 뻔한 일이었다. 현이 언제나 돌파해온시원 무기 서용은 고이다가 스스로위기상황을 물길을 만들어가며 지 그녀는 실제 수줍게 나이보다 <다음호에 계속> 였다. 그의마흔 도움을 받고 난그녀는 사람들은 그에게 하게 흘러가는 것 후반임에도 같았다. 말십

다. 그러나 위해 또 식구들을 독립 랑을 방해했다는 거야 뭐야? 설마위해 현 오빠 라 말을 잇지태성을 못했다. 군의 자랑스러운 뿌리에 자신의말집안을 조심스 가 그렇게 말해? 흥, 그렇게 못할인설이 걸. 현 “저, 마실 거라도 가져올게요.” 레 접붙인들 무슨 누가 되랴 그녀는 그렇게 되 오빠가 정말 인설뺨이 언니를 있었 말했다. 그녀의 옅은마음에 홍조로두고 물들어 뇌어 것이었다. 다면,보는 처음에는 술 때문에 실수라 쳐. 그 다 보였다. 이 누가되지 않지 싶을 접붙임, 이것이 음 “제 번은? 그리고 나를 곁에태성의 두는 것은 말구요.지금까지 오다가 생각났는데, 갑 두 사촌동생들이 태성의 집에 와서 즐기는 ‘을 이유는? 가서 인설 언니한테 물어 봐. 자기, 친구를 만나기로 했어요.”가서 태성이 일부 사오적 놀이’의 연원이었다. 집안의 어른 식구 오빠가 아무리 그렇게 우겨도 인설 언니 러현성급하게 말하면서 현관으로 되돌아갔다. 들은 한 번도 생각해 보지 않은, 오직 태성 모 가 받아들이지 걸. 오빠, 그리 놀라? 문간에서 태성이않을 작별인사 조로 뭘 하는 말이 들 가 아이들을 붙들고 감자를 쥐어주며 소곤소 정, 입장 곤란하면 인설 언니한테 가서 말 리는 듯 하다가큰아버지의 곧 문이 닫히는 소리가태성은 들렸다.안 곤 얘기해준 자취였다. 어 해도 돼.” 미영이 조소 섞인 미소를마실 지으며 인설이 현을 살짝 바라보다가 것을말 려서 막연히 듣다가 철든 다음부터는 믿지 않 했다.굳이 그녀는 놀라움에 차서 바라보는 태성 가져오겠다며 주방으로 갔다. 그녀의 말투와 지만, 나서서 부정하지 않는 이야기였다. 의 눈길을 의식하며 말했다. 걸어가는 걸음걸이는 부드럽고 한편 태성의 아버지의 동학란자연스러웠다. 전사 내지는 행 “오빠, 난 여기 오면서 모든 다꺼내 잃었 방불명으로 인해 태성의 가족들에겐 어떤 변화 그러나 주방에 들어서서 찬장에서 걸 컵을 가 있었을까. 태성의 가족들은 대부분 평양시 어. 그렇지만 그것들을 다 잃은 댓가로 독립 고 주전자에서 물을 따르고 쟁반을 찾는 동 언저리에 살면서 소작 농사를 하고 살았다. 태 투쟁을 오빠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 안 그녀는하는 손이현떨리고 가슴의 두방망이질을 성 모가 시집왔을 때, 시아버지는 수년 전에 돌 면, 그걸로 만족할 거야. 여기 독립군들에게 느끼고 있었다. ‘어떡하지? 어떡하지?’ 그녀 아가신 후였고, 장남이 대를 이어 가정을 물어봐. 내가 현 오빠에게 도움이 되는 지책임 안 는 혼자 되묻고 있었다. 그 뜻은 ‘망치고 싶지

Dec. 31, 08, 2019 2017 May November 08, 2019 Dec 28, 2018


November 08, 2019

813 í&#x2DC;¸

37


38

813í&#x2DC;¸

November 08, 2019


Xfinity 부한 마트 몰 오픈기념 프로모션 Xfinity에서 한인들의 성원에 힘입어 보다 나은 서비스를 위해 에드몬드 부한 마트에 오픈하였습니다

$39.99

60mbp

$79.99

November 08, 2019

813 호

39


40

813호

November 08, 2019

November 08, 2019

813 호

41


양인옥 부동산 

주택 커머셜 비지니스 전문



여러분은 저의 귀중한 재산입니다. 정직하고 성실하며 진실하고 겸손하게 열정과 최선을 다하는 부동산인이 되겠습니다.

호텔 모텔 1. 1.6M / 연매상 35만 / 33유닛 2. 2.4M / 연매상 53만 / 54유닛 3. 6M / 연매상 1.9M / 109유닛 4. 6M / 연매상 1.6M / 65유닛 PENDING 5. 1.8M / 연매상 40만 / 23유닛 / 킹카운티

커머셜 빌딩

6. 5.4M / 연매상 1.18M / 54유닛 프랜차이즈 / 킹카운티 7. 5.65M / 연매상 1.13M / 67유닛 8. 7.5M / 연매상 1.7M / 60유닛 9. 8.4M / 연매상 1.6M / 125유닛

테리야끼

SOLD 1. $7.6M 24유닛, Cap 6% 2. $5.5M 스타벅스가 있는 14유닛, Cap 6% 3. 4.65M 9유닛/ Cap 6.5% / 2유닛 프란차이즈 / 킹카운티 1031 적격임

PENDING

1. $16만 일매상 $1,300 / 렌트 $3,700 (3N 포함) 2. $22만 일매상 $1,500 / 렌트 $2,400 (3N 포함) / 현주인 건강상 이유로 매매 3. $40만 일매상 $2,450 / 렌트 $2,987(3N 포함) / 좋은 장소 4. $10만 일매상 $1,200 / 렌트 $2,700 (3N 포함) 5. $20만 일매상 $1,500 / 렌트 $3,088 (3N 포함) / Owner absent / 북쪽지역 SOLD 7. $15만 일매상 $1,200 / 렌트 $2,500 (3N 포함) SOLD 8. $25만 일매상 $1,800 / 렌트 $2,900 (3N 포함) SOLD 9. $45만 일매상 $3,000 / 렌트 $5,200 10. $22만 5천 스시+테리야끼 / 일매상 $1,500 / 렌트 $2,175 (3N 포함) 11. $1.12M 스시+테리야끼 (건물 포함) / 일매상 $1,900 / 살림집 포함 방3, 화장실 1.75

그로서리 $42만 매상 9만 4천 / 마진 32% / 포텐셜이 좋은 / Owner Absent $10만 매상 4만 3천 / 북쪽 시내 / 현주인 은퇴관계로 매매 3. $12만 월매상 $5만 / 렌트 $3,000 (3N 포함) / 부부가 열심히 하면

SOLD 1.

SOLD 2.

매상 상승 가능 / 북쪽 지역 SOLD 5.

그로서리 건물포함 1. $80만 월매상 $28,000 / 2유닛 살림집 포함 / 인벤토리만 내고 매매함 2. $50만 월매상 $4만 5천 / 현주인 23년 운영 / 북쪽 3. $50만 월매상 $5만 / 윗층에 살림집이 있음 / 마진 30% 4. $1.8M 월매상 $15만

PENDING

햄버거

개스 스테이션

1. $70만 일매상 $1,350 / 건물 포함 좋은 장소 / 현주인 은퇴관계로 매매 SOLD 3. $22만 일매상 $1,500 / 렌트 $3,060+3N 부부가 운영하면 인컴 상승 가능

1. $2M 인사이드 6만 5천 / 개스 14만 2천 / GP 4만 5천 2. $2.8M (Chevron) 인사이드 14만 / 개스 4만 / GP 6만 / 2 에이커 정도의 땅 포함 3. $2.6M 인사이드 8만 5천 / 개스 15만 / GP 6만

회덮밥 식당 SOLD 1.

$55만 매상 $11만 / 렌트 $2,800

$30만 일매상 $2,000 / 렌트 $2,500(3N 포함) / 간단한 메뉴와 좋은 위치

4. $6.98M 인사이드 30만 / 개스 15만 / GP 13만 5천

식당

5. $2M 인사이드 8만 5천 / 개스 3만 5천/ GP 4만

1. $15만 한식+스시 / 일매상 $1,500 / 렌트 $4,360 / 포텐셜 많은 좋은 위치 / 건강 악화로 급매

1. $95만 밀크릭 / 22~24집 지을 수 있는 10 에이커 땅

2. $8만 퓨전식당 / 일매상 $800 / 렌트 $1,800(3N 포함) / 좋은장소 SOLD 3. $5만 식당 셋업 장소로 적격인 식당 장비 완료

월남국수

일식당

1. $21만 일매상 $1,400 / 렌트 $3,050 (3N 포함) / 월~금(10am-7pm), 토(11am-4pm) / Owner Absent

PENDING

2. $22만 Japanese Steak House (대판야끼) / 일매상 $1,800 / 현주인 14년 운영 / 후드 12개를 갖춘 넓은 실내 공간과 주변 경쟁 없고 경험 있는 부부가 운영하면 매상 상승 가능

모텔

그로서리 (건물포함)

그로서리 (건물포함)

그로서리 (건물포함)

$74만

$1.08M

$1.1M

$1.45M 연매상 $40만, 34 Units, Owner Absent, Net Income : $22,500

2

813호

2. $10만 일매상 $800 / 렌트 $2,550 (3N 포함) / 부부가 운영하면 인컴 상승 가능

매상 $5만 5천

November 08, 2019

매상 $7만 5천~8만, 전체 마진 30% 현주인 은퇴 관계로 매매

매상 $8만 5천, 인사이드 8만 마진 30%, GP 2만 4천 경쟁없는 지역

개스 스테이션

$80만 인사이드 14만 개스 4만, GP 6만 5천


최 캐피탈 법률사무소 귀사의 성공 목표를 위해 효율적이고 실질적인 법률 자문을 제공해 드리겠습니다.

Lori Kim Tonnes, Esq. 특허 전문

Mudit Kakar Esq. Ph.D. 특허법 전문

Boyoon Choi, MBA. Esq. 대표 변호사

John Georvasilis, MBA. Esq 상업/세금법 전문

Diyora Rustambekova Esq. 이민 전문

CCl 법률팀은 탄탄한 경험으로 각 분야에서 인정받는 변호사들로 구성되어 워싱턴주 외 여러 지역에 (해외/국내) 계신 의로인들의 성공을 도모하고 있습니다. 미국에서 원치 않는 법적분쟁에 휘말린 의뢰인들 및 이민 또는 세금에 대한 법률 자문이 필요하신 분들은 저희 CCL 법률사무소를 찾아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기술자산이 번화하는 글로벌 환경에서 새로운 기술을 통해 성공적인 수익을 창출하실 수 있도록 힘껏 도와드리겠습니다.

전문분야

" 법률 무료상담 문의 206-588-0463 info@ccl.law

2101 Fourth Avenue, Suite 1570 Seattle, WA 98121 www.ccl.law November 08, 2019

813 호

3


SCATTERDAY Special

50% off Select cremation property Excludes ECF

4

813í&#x2DC;¸

November 08, 2019


이 모든 과정을 단 한번에 한국어 서비스로 처리 할 수 있습니다.

최유니 융자 LOAN OFFICER l NMLS # 1870235

Direct: 206.422.4308 info@yooniechoi.com l www.yooniechoi.com

미셸김 부동산 Real Estate agent

Direct: 206.673.1980 Michelle.kim@sothebysrealty.com November 08, 2019

813 호

5


www.tourclick.us

알고 계십니까? 여행사 FACTS CHECK!

불법 영업: 미국 내 지점 없이 캐나다에서 차량만 내려와 손님을 실어 나르는 일은 엄연한 불법입니다. 무보험 차량: 미국 DOT와 캐나다 DOT의 위법 사항이므로 사실상 무보험 영업입니다. 날조 광고: 과대 광고를 넘어 허위로 날조된 광고에 여러분의 안전을 맡길 순 없습니다.

담당 현지 랜드 여행사

타사와는 차별화된 신뢰와 정도의 상징! 투어클릭이 함께 합니다!

마감임박 투 어 클 릭 고 객 을 위 한 특 별 프 /로 /모 /션

인솔자 동반 <멕시코 크루즈 5박 6일> 특가 럭셔리 크루즈 선상에서 즐기는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식사!

2019년 12월 9일 출발 확정

한국인 인솔자 동반으로 더욱 편안한 서비스 제공! 2인 1실/FROM

기항지에서의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는 기회! 제한된 객실에만 제공되는 프로모션입니다. 빠른 문의 주세요!

밴쿠버본사 | 시애틀 | 캘거리 | 서울 | 브루나이 무료전화 T.1-877-583-4827 6

813호

November 08, 2019

U$499 +tax

지금 예약시 발코니 룸으로 전격 업그레이드!!

1:1 실시간 채팅 문의

ID : tourclick


www.tourclick.us

알고 계십니까? 여행사 FACTS CHECK!

불법 영업: 미국 내 지점 없이 캐나다에서 차량만 내려와 손님을 실어 나르는 일은 엄연한 불법입니다. 무보험 차량: 미국 DOT와 캐나다 DOT의 위법 사항이므로 사실상 무보험 영업입니다. 날조 광고: 과대 광고를 넘어 허위로 날조된 광고에 여러분의 안전을 맡길 순 없습니다.

담당 현지 랜드 여행사

타사와는 차별화된 신뢰와 정도의 상징! 투어클릭이 함께 합니다!

특가

HOT

겨울 록키 아직 가보지 못했다면 지금이 절호의 기회!

캐나다 서부의 보석 빅토리아 숙박으로 더욱 알찬 투어

겨울 록키 3박 4일

밴쿠버&빅토리아 1박 2일

믿을 수 없는 가격! 선착순 초특가로 즐기는 겨울 록키!!

밴쿠버와 빅토리아를 한번에 둘러보는 패키지 투어 밴쿠버 다운타운 - 스탠리 파크, 캐나다 플레이스, 게스타운 등 4D 대형 스크린으로 즐기는 대자연 탐험 플라이 오버 캐나다(선택관광) 빅토리아 아일랜드 - 이너하버, BC주 의사당 등 관광 환상적인 풍경으로 유명한 꽃의 정원 부차드 가든 관광(선택관광)

한인 여행사 유일 요호, 쿠트니, 밴프 3대 국립공원 방문 $20 상당 캐나다 최대 천연 레디움 온천 무료 포함 낮에 방문하는 밴프의 파노라마 전경을 바라볼 수 있는 곤돌라(선택관광) 겨울에도 멋진 세계 10대 절경 레이크 루이스

매주 화, 목, 토 출발

4인 1실/아동/FROM

U$229

4인이상 수시출발

4인1실/FROM

U$190

단독

아름다운 태평양 해안을 따라 떠나는 투어클릭만의 힐링 여행

[투어클릭 단독] 요즘 뜨는 동남아 여행지 <황금의 나라 브루나이>

오레곤 코스트 2박 3일

촬영지

시애틀 > 올림피아 > 아스토리아 > 캐논 비치 > 포틀랜드 > 시애틀

4인이상 수시출발

4인1실/FROM

브루나이 럭셔리 호캉스

깨끗한 자연환경을 가진 환상의 나라 · 아시아의 숨은 보석같은 도시에서 다양한 액티비티를! 세상에 단 2곳뿐인 7성급 초호화 호텔 엠파이어 황금 호텔에서 전 일정 숙박

캐논비치, 멀티마 폭포, 비스타 하우스까지! 자연과 함께하는 특별한 일탈을 시도해 보세요!! 면세의 도시, 쇼핑의 천국, 우드번 프리미엄 아울렛 방문 투어클릭 스페셜 | 아울렛 종합 할인 쿠폰 증정

특식 3회 제공 - 아이로터스 특식, 프라이빗 요트클럽 특식, 선셋 BBQ 특식 롱테일 보트를 타고 즐기는 울루 템부롱 국립공원 열대우림 관광 브루나이 문화 탐방 - 술탄의 궁전, 모스크, 왕립 박물관, 나이트 투어 등

U$219

브루나이 럭셔리 호캉스 투어 3박 4일

2인 1실/FROM

브루나이 패키지 골프 투어 3박 4일

2인 1실/FROM

U$767 FROM

U$1199 FROM

U$799

하와이 크루즈

U$499

멕시코 크루즈(2번째고객 50%)

U$791

* 최소인원 충족시 수시 출발/USD

FROM

핵심 4대 캐년 4박 5일

FROM

출발:매주 일/월

미서부

요세미티/샌프란시스코 4박 5일 출발:매주 수/목/금

FROM

미서부 대륙 완전일주 7일

FROM

출발:매주 월/금

핵심 4대 캐년 + 요세미티/샌프란 8일

FROM

[그랜드써클]8대캐년 + 세도나 7박 8일

FROM

$155

르레브쇼 FROM

U$80

FROM

U$310

미동부 4박 5일

U$420

미동부/천섬 5박 6일

U$420

미동부/보스톤 6박 7일

U$600

미동부/천섬/보스톤 7박 8일

U$660

미동부/캐나다 7박 8일

U$940

미동부/캐나다/보스톤 9박 10일

출발:매주 수/토 특가

FROM

FROM

U$90 FROM

U$190 FROM

U$190

* 항공별도/4인 1실/CAD

출발:매주 수/토

FROM

출발:매주 수/토

출발:매주 수/토

출발:매주 수/토

U$1240

[아이비리그] 미동부 명문대 5박 6일

$130

[아이비리그] 미동부 명문대 7박 8일

$145

카쇼 FROM

멕시코시티/칸쿤 4박 5일

FROM

FROM

FROM

출발:매주 수/토 인기

U$849 U$1500

도미니카공화국 6박 7일

U$1080

FROM

FROM

하와이 3박 4일

U$400

하와이 4박 5일(TOUR ONLY)

U$170

C$665

캐나다 동부 4박 5일[도깨비호텔]

C$915

FROM

* 항공별도/USD

FROM

FROM

FROM

캐나다 동부 5박 6일

C$1025

캐나다&미동부 일주 6박 7일

C$1239

FROM

FROM

FROM

FROM

* 항공별도/2인 1실 /USD

U$850

U$425 U$540

파노라마 서유럽 12일

U$700

이태리 일주 8일

FROM

U$800

페루 마추픽추 3박 5일

FROM

U$1399

U$800

페루 마추픽추 4박 6일

FROM

U$1599

U$920

아르헨티나&브라질 4박 6일

FROM

U$1699

U$720

페루 완전정복 5박 7일

FROM

U$1799

U$840

남미 3개국 8박 10일 | 베이직

FROM

U$2499

초특가

FROM

FROM

U$2200

유럽&중남미

최다 송출

EVENT

FROM

U$1255

[명품여행] 내나라 일주

FROM

칸쿤 7박 8일(All inclusive)

캐나다 동부 4박 5일

동유럽 4개국 7박 9일

한국&아시아 FROM

FROM

C$389

유럽 & 중남미 FROM

미동부

베케이션 패키지

* 항공별도/USD

레이니어 데이투어

오레곤 포틀랜드 1박 2일

U$450

퀘벡 2박 3일

* 항공별도/4인 1실 /USD/오후 조인 일정

* 항공별도/4인 1실 /USD/LA IN&OUT 일정

오쇼 FROM

U$70

미국 동부 여행

그랜드캐년/라스베가스 3박 4일 출발:매주 월

FROM

캐나다 동부

시애틀 데이투어

빅토리아 & 밴쿠버 1박 2일 인기

FROM

미국 서부 여행

라스베가스 쇼 티켓

수시출발

FROM

독일마을 데이투어

FROM

캐리비언 크루즈(멕시코/남미)

[그랜드써클]8대캐년 + 세도나 9박 10일

와이키키 주변 호텔 사용으로 편리한 위치 오아후 섬 일주 포함/호놀룰루 시내관광 포함 해 변 액 티 비 티 스 노 쿨 링 , 파 도 타 기 (선택관광) 휴양, 관광, 쇼핑, 액티비티 등

당일 근교 투어 FROM

알래스카 크루즈 7박 8일

* 4인1실/USD

$765 U$829

* 항공별도

하와이 패키지

U

국왕이 즐기던 전용 골프장과 호화롭고 화려한 해변 골프장에서 즐기는 진정한 황제 골프

크루즈 투어 알래스카 디즈니 크루즈

지상의 낙원 하와이에서 즐기는 완벽 휴양 패키지

* 항공별도

U$1299

녹십자 건강검진

2018 녹십자 최다 송출 기념 추가 진료

FROM

동해안 3박 4일

U$645

95가지 건강검진+대장내시경과 함께

서해안 3박 4일

U$675

FROM

브루나이 7성급 호캉스 3박 4일

U$765

혈관,심장,유방 정밀 초음파 450불 상당 무료 추가 검진

브루나이 골프투어3박 4일

U$829

FROM

(VIP예약시)

FROM

NEW

한국 방문시 저렴하게 건강검진 받으세요!

프리미엄

U$370

VIP

U$470

Address 31515 Pete Von Reichbauser Way S STE #102 Federal Way WA 98003 | Email: seattle@tourclick.ca | 본 신문광고에 게재되는 상품가격은 현금가 기준입니다.

November 08, 2019

813 호

7


8

813í&#x2DC;¸

November 08, 2019


November 08, 2019

813 í&#x2DC;¸

9


of Lake City www.toyotaoflakecity.com

2019 4Runner 2019 Camry

2019 Rav 4 Hybrid

Sales Manager

Tim Park

tim@toyotaoflakecity.com

10

813í&#x2DC;¸

November 08, 2019

425.446.9959

13355 Lake City NE Seattle, WA 98125

Internet Sales Tim Park

425.446.9959


제품 구입및 문의 253-220-8005

November 08, 2019

813 호

11


제 12 회 이수진 성악문하생 콘서트

노래를 사랑하는 아마추어 성악가들의 노력과 열정을 함께 나누고자 여러분들을 초대합니다.

출연진:

강영숙 김광훈 김연옥 린다권 박상덕 배정순 이경재 이석주 장덕환 전혜원 조정혜 영초이 우정숙

특별출연:

Flute 김비주

피아노반주: 정미영

일시: 11월 17일 일요일 5:00 P.M.

장소: Dumas Bay Centre Theater 3200 SW Dash Point Rd. Federal Way

12

813호

November 08, 2019


November 08, 2019

813 í&#x2DC;¸

13


2020 앰-팩 관광 여행사 "안단테, Andante, 녹색의 정원에서는 안단테, Andante, 천천히 걸어요"

Special #1

태국 방콕 & 파타야, 북방의 장미 치앙마이, 태국 최북단 도시 치앙라이, 라오스/미얀마/태국 접경지

골든 트라이 앵글 1월 27일 시애틀 출발 (6박 8일)

Special #2

한번에 만끽하는 중국의 명산시리즈 동양의 그랜드 캐년 태항산 장엄한 경치의 천계산 만명의 신선이 산다는 만선산 4월 15일 시애틀 출발 (4박 5일)

Special #3

맛과 멋을 동시에 즐기는 봄맞이 아름다운 고국여행 서해/남해/제주 6박 7일 (4월 22일) 전국일주 9박 10일 (4월 22일) 동해/제주 6박 7일 (4월 25일) 제주 2박 3일 (매주 월요일) 그외 다수 * 현지 사정에 따라 일부 일정 및 호텔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대표전화

14

813호

November 08, 2019


TACOMA

$339,950

방2 화장실 2, 1291Sqf 2002년생 1층 위치 전체 리모델 향나무로 벽 완성한 타코마 최고급 콘도

TACOMA

FEDERAL WAY

1,501 SQF 방 3, 화장실 2 / 0.136 Acr. 2017년 생

1,350 SQF 방 3, 화장실 1.75 / 0.235 Acr. 1989년 생

$334,950

PUYALLUP

$375,000

개스 스테이션 매매가 250만 / GP 60만 / 타코마 모텔 240만 최상위치 88만불 모텔 방 26개 테리야끼

1,999 SQF 방 5, 화장실 2.5 / 0.09 Acr. 2003년 생

$309,950

- 일매상 1,300 / 가격 15만 / 최고 로케이션 - 일매상 1,250 / 가격 17만불 - 일매상 1,850 / 가격 33만불 November 08, 2019

813 호

15


참석 위원들이 회의를 마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정민희 기획부장이 공연 준비상황에 대해 보고하고 있다.

"한인의 날 행사에 한복 입고 오세요"

국 매체, 포스터, 전단지, 포스트카드를 비한 영상시설을 준비하기로 했다. 또 통한 홍보도 병행하기로 했다. 미디어 한 한복을 입은 참석자와 마찬가지로 광고는 고경호 위원이 진두지휘하며, 극장 내부에 입장하지 못한 입장객에 VIP 참석확인은 샌드라 잉글런드 위 게 복주머니를 우선 전달할 방침이다. 퓨전 국악그룹 '퀸'이 주 무대를 이 원과 쉐리 송 위원이 맡는다. 메인이벤트한인회 준비 역시 지난해와 초과된 인원을국내 위한 청년 장외 행사관람 해외진출룰확대위한 역할 논의마 을 위한 준비도 철저히 할 계획이다. 찬가지로 정민희 기획부장이 꼼꼼히 페더럴웨이 한인회 오시은 회장은제1차할 예정이다. ‘2018 세계한인회장대회 운영 사업’에 대한 설명 후 이어진 자유토론 위원회’가 4월 힘입어 17일부터 19일까지 호주 참석자들은 대륙별 총연합회가운 및 “지난해 폭발적인 성원에 참 한편에서 홍승주 이사장은 “어려운 지역별 한인회 차원에서 국내 청년들 시드니에서 개최됐다. 석자들이 입장 제한인원을 넘어 많은 데에서도 여러분들이 일당백의 정신으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 이하 의 해외진출을 적극적으로 돕겠다는 분들이 행사를 관람하지 못하고 집으 로 준비에 임해주셔서 여기까지 왔다” 재단) 주최로 열린 이번 운영위원회에 의견을 모았다. 로 발길을 돌렸다”며 “이와 같은 일에 며 “마지막까지 애써주시기 바란다”고 는 대륙별 총연합회장과 지역회장 등 지난 대회 만족도 조사 결과를 토대 올해도 대비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준비위원들을 독려했다. 20여명이 참석했으며, 2017 세계한인회 로 ‘지역 현안에 대한 심층적 토론확대’, 이에 참석 위원들은 극장보고 내부로 제10차 준비모임은 1월위한 4일(금) 장대회 결과 및 2018입세계한인회 ‘해외동포 처우 개선을 프로그램오 장대회 세부 프로그램 등 기본 계획에 보완’ 등 2018년도 세계한인회장대회 장하지 못한 참석자들도 로비에서 공연 후 3시 코엠TV 공개홀에서 열린다. 대한 의결이 진행됐다. 운영 개선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을 볼 수 있도록 극장 로비에 음향을 겸 박재영 기자

세계한인회장대회, 1차 운영위원회 시드니서 개최

한인의 날 축제재단, 지난달 28일 9차 준비모임 가져 한복 착용 행사 참석자에게 복주머니 우선 제공 방침 “열두 번째 한인의 날 행사엔 꼭 한 복 입고 오세요.” 워싱턴주 한인의 날 축제재단(이사 장 홍승주)은 지난달 28일 9차 준비모 임을 갖고 1월 13일 페더럴웨이 퍼포 밍 아트센터에서 열리는 제12회 한인 의 날 행사에 참석자들의 한복 착용을 적극 홍보하기로 했다. 영 브라운 준비위원장의 사회로 사

우스센터 더블트리호텔에서 진행된 이 날 모임에서 김순아 대회장은 “매 대회 때마다 준비과정이 쉽지는 않았지만 이 번 행사 준비 역시 우여곡절이 많았다” 며 “2주 앞으로 다가온 이번 행사는 한 국의 이미지를 참석자들에게 더욱 강하 게 남기도록 참석자들에게 한복을 입고 참석하도록 권장해 달라”고 당부했다. 따라서 준비위원회 측은 참석자들에

게 나눠줄 복주머니를 한복 착용 참석 자에게 우선 전달할 방침이다. 막바지 홍보에도 온 역량을 쏟아 부 을 계획이다. 우선 세대에 맞는 홍보 전략을 꾀 해 외국인들과 한인 2세대들을 위해서 는 SNS에 의한 홍보를, 한인 1세대들 을 위해서는 한인 매체를 적극 활용하 기로 했다. 또한 예년과 마찬가지로 외

특히, 이번 운영위원회에서는 국내

2018 세계한인회장대회는 10월 초, 3

청년들의 해외진출 확대를 위한 한인

박4일 일정으로 서울 잠실 롯데호텔월

회의 역할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가 마

드에서 열릴 예정이다.

"양질의 의료혜택 제공 공로"

한국어 말하기대회 수상자들이 단체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련됐다. 재단의 ‘한상기업 청년인턴십

SMG 차민영 회장, '올해의 의사상' 수상

서북미 호남향우회, 골프대회 준비모임 가져

남가주 한인의사협회(회장 조만철) 가 큰 업적을 남긴 회원에게 수여하는 ‘올해의 의사상’의 첫 수상자로 서울 메 5월 12일 오후 1시로 대회일정 확정…샷건방식 디칼 그룹(SMG) 차민영(내과 전문의) 경기위원장에 김철홍 프로와 이정주 고문 위촉 회장을 선정했다. 남가주 한인의사협회는 매년 커뮤니 서북미 호남향우회는 지난 14일 레 하고, 각 언론사를 통해 홍보활동을 전 티에 공헌한 사람들에게 공로상을 수여 이크우드 싸릿골에서 골프대회 준비모 개하기로 결정했다. 해왔는데 특히 올해부터는 협회 이름으 뱅크오브호프 임직원들이 시무식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또한 이종행 회장은 골프대회 경기 임(준비위원장 김한일 상임고문)을 갖 로 ‘올해의 의사상’을 수여하며 감사와 고 대회일정을 확정했다. 위원장에 김철홍 프로와 이정주 상임 격려의 뜻을 전달하게 됐다. 이날 준비위원들은 서북미 충청향 고문을 위촉하고, 대회에 참가하는 모 우회, 워싱턴주 강원향우회와 함께 진 든 선수들에게 선물로 김 1박스씩을 전 지난 1일 열린 한인의사협회 연말 행할 이번 골프대회를 오는 5월 12일 달하기로 결정했다. 모임에서 첫 번째 수상자가 된 차민영 박재영 기자 아쿠아골드(토) 오후 1시 옥브룩 콜프&컨트리클 박사(MD)는 한인타운 개업의로 활동 준비위원들이 골프대회를 위해 회의를 하고 있다. 럽에서 샷건방식으로 개최하기로 확정 미네랄이 살아있는 해온 것은 물론, 지난 1993년 서울 메 직수 정수기 뱅크오브호프(행장 케빈 김)는 2일 케빈 김 행장(왼쪽에서 여섯 번째)은 있다”며 “팀워크를 통해 성장통을 함께 디칼 그룹을 설립, 한인들이 편리하게 문의:253-838-8380 LA 본사건물 윌셔지점에서 시무식 이 자리에 모인 임직원들에게 “규모가 감내하고, 종합금융기관으로의 변혁을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 을 개최했다. 커진 만큼 새로운 도전들이 기다리고 위한 노력을 지속하자”고 당부했다. 록 이끌어 왔다는 점이 선정 이유다. 조만철 회장은 “25년 전에 한인 의 시애틀 한인회가 한인회관을 동포사회에 사들과 함께 서울 메디칼 그룹을 설립 적극 개방한다. 했던 것은 앞을 내다보고 계획을 시애틀멀리 한인회 조기승 회장은 “시애틀 한인 캘리포니아 주의회 상하원 표결 남았지만 큰 걸림돌 없어 회는 특출한 한인동포들을 위해 한국을 알리는 일과 세우는, 창의력이 있었기 때문 주류사회와또 긴밀한 가지고 한인들의 통과되면 미국서 처음으로 한인 이름 고속도로 생기는 것 에 가능했다. 여러관계를 어려움 속에서도 한인상공회의소, 워싱턴 비즈니스 위크 후원자 공개 모집 하는 리더십, 기업가 정신을 배울 수 있 위상과 공익을 도모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는 기회를 제공하려한다”며 “차세대 비 튼튼한 기반을 다지며, 미 전역의 한인

"종합금융기관으로의 변혁 노력 지속하자" 뱅크오브호프, 지난 2일 LA 본사건물서 시무식 개최

‘김영옥 대령 고속도로’ 지정 눈앞

시애틀 한인회, 한인회관 무료로 개방

"차세대 비즈니스 리더 양성위한 후원자 찾습니다" 워싱턴주 한인상공회의소(회장 김 행숙)는 차세대 비즈니스 리더 양성을 위한 후원자를 찾는다. 후원자는 고등학생(8-12) 중 선발 된 장학생을 후원하게 되며, 장학생들 의 워싱턴 비즈니스 위크(WBW) 서 머프로그램(Summer Program) 참여 를 지원하게 된다. 워싱턴 비즈니스 위크는 워싱턴 주에 있는 기업체인 마이크로소 프트(Microsoft), 펨코(PEMCO

미국에서 처음으로 한인의 이름을 딴 ‘김영옥 Insurance), 구글(Google) 및 보잉사 대령 고속도로’가 생긴다. (The Boeing Company) 등을 포함한 오렌지카운티(OC) 북부 지역을 지나는 5번 100개가 넘는 기업체가 후원하는 프로 프리웨이의 일부 구간을 ‘김영옥 대령 고속도 그램으로써, 지난 42년담은 동안 고등학생 로’로 지정하는 내용을 결의안(ACR188) 6만이명을 지역 사회의 양성한 16일 캘리포니아주 하원리더로 교통위원회를 만장 일치로 통과했다. 아주 독특한 프로그램이다. 이 결의안은 캘리포니아주 주 의회 하원과 상 김행숙 회장은 “상공회의소는 업종 원의 표결을 앞두고 있으나, 주 교통위원회에서 별 전문가 및 교육전문가들로 구성된 만장일치로 통과된 만큼 주 의회에서도 무난하 멘토들과의 교류를 통해 고등학생들에 게 통과할 것으로 기대된다. 표결은 9월 15일 전 게 학교에서 에 이루어질 배우지 예정이다.않는 경제관, 소통 의 기술, 팀워크, 세계 어디서나 필요로

김영옥리더를 대령은 독립운동가 김순권뜻을 선생의 아 즈니스 키우는 일에 가진 들로 미국 LA에서 태어나 2차 세계대전과 한 후원자를 찾는다”고 말했다. 국전쟁에 참전한 불패 신화의 전쟁영웅이다. 그 김 회장은 이어 “여러분의 후원은 워 공로를 인정받아 한국, 프랑스, 이탈리아 정부로 싱턴주 사회 받았으며, 미래 지도자에 대한 부터 최고한인 무공훈장을 미국에서는 특 후원이므로 지역사회 발전에 밑거름이 별무공훈장 1개, 은성무공훈장 2개, 동성무공훈 장 2개 등을 수여받았다. 될 것”이라며 “후원금은 IRS Section 김영옥 대령은 1972년 예편 후에 일생동안 사 501ⓒ3로 세금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 회 약자를 위한 봉사 활동에 전념하였으며, 한국 으므로, 개인은 물론, 커뮤니티 단체, 전쟁 시에는 전쟁고아 500명을 돌본 인도주의자 기업가로서 후원하길 원하는 분은 언 로도 알려져 있다. 제든지 연락달라”고 당부했다. ▶문의: 206-778-9071, 206-491-1918

시애틀 통합한국학교, 공개수업 및 학부모회의 개최 지난 2일 새로 이전한 구 엘더우드 중학교 건물에서 진행해 769 호 Jan 4, 2019 학생수 예년 평균보다 50% 증가 360명 기록…오는 7일 개강

36

시애틀 통합한국학교(교장 윤혜성) 가 지난 2일 학부모들을 초청, 공개수 업 및 학부모회의를 개최했다. 9월 7일부터 새로 이전한 구 엘더우 드 중학교 건물에서 공개수업 및 학부 모회를 실시한 시애틀 통합한국학교는 예년 평균보다 50% 이상 증가한 360명 이 등록했다. 공개수업은 오전 10시부 터 24개 모든 교실에서 진행됐다. 학부모들은 자녀들이 공부하고 있는 교실에 직접 들어가 교사의 수업을 참

16

813호

관하며 한글을 배우는 자녀와 함께 즐 거운 시간을 보내기도. 특히, 자녀들의 학교생활과 특성, 건의 사항 등에 대해 서도 담임교사와 이야기를 나누며 한 글교육이 가정과 한국학교에서 동시에 이뤄져야 한다는데 공감했다. 이어 200여명의 학부모들이 한자리 에 모여 진행된 학부모회의 시간에는 시애틀·벨뷰통합한국학교를 운영하고 있는 한미교육문화재단의 정은구 이 사장, 변종혜, 박준림 이사들도 동참

November 08, 2019

했다. 정은구 이사장은 통합한국학 교 꿈나무들의 한글 교육과 발전을 위해 부모님들의 손이 필요하다며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하기도 했다. 이어 윤혜성 교장은 “바쁘신 가 운데도 관심을 가지고 시간을 내서 학부모회의에 참석해 주신 학부모 님들께 감사드리며 환영한다”는 인 사로 새롭게 편성된 시애틀 통합한 국학교의 2019-20학년도 교육과정 을 소개했다.

들에게 양질의 의료 혜택을 제공한 공 로가 크다”며 “또한 밤낮없이 부지런히 일하는 초인적 열성과 헌신적인 노력 은 동료 의사들은 물론 후배 의사, 한 인사회에도 모법이 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다른 공로로는 차 회장의 지도아래 서울 메디칼 그룹은 ‘의사들 의 회사’라는 미국 의료 HMO 체계의 ‘메디컬 그룹’이 갖고 있는 태생적 한계 를 뛰어넘기 위해 노력했다”면서 “한인 들의 건강 문제에 대해 적극적인 교육 및 홍보, 발달장애아 지원, 한인 타운 의 구회 분리, 홈리스 문제 등 한인 사 회의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적극적 으로 참여하고 후원해왔다”고 꼽았다. 현재 서울 메디칼 그룹은 무료 의료 박람회 개최는 물론, 윤형주 초청 음악 회 개최 등 한인 사회의 다양한 문화 예 면서 “이와 같은 취지로 한인회관의 문을 활 술 행사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짝 열려고 한다”며 “모임이나 행사가 있으신 차민영 회장은 서울대바란다”고 의대를 했 졸업 분들은 한인회관을 사용하시기 다. ▶문의: 14001 57th 하고 USC425)444-5458 의대에서 ▶주소: 레지던트를 했다. Ave S #100 Seattle, WA 98168 ▶이메일: 지난 2014년 남가주 한인 의사협회장 koassn@gmail.com 을 역임했다.

ads@mhankook.com Media Hankook is published by MS Media Group, Corp. 33110 Pacific Hwy S. #8 Federal Way, WA 98003, on every Friday. Subscription rate and the monthly delivery rate in most areas are $15/month for minimum 4-day services per on month.

미디어한국의 정기구독을 원하시는 분은 1년 구독료 100달러를 체크나 머니오더, 또는 크레딧카드로 신청하시면 매주 정기적으로 우송하여 드립니다. Media Hankook is published weekly for $100 per year by MS Media Group Corp. 33110

윤혜성 교장은 이어 “새롭게 수정 보완된 교육과정을 바탕으로 교사들 은 교육내용을 구성하고 수업을 진행 하고 있으며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한 국어 수업이 이루어지고 있다”고 설 명하고 특별활동, 학교의 행사와 규 칙 등을 소개하며 1학기 마지막 날에 있을 장터놀이에 많은 학부모들의 봉 사와 참여를 당부했다. 또한 “많은 문의가 들어오는 2학 기 등록은 2020년 1월 13일부터 시작 한다”고 말하고 “재학생과 신입생 등 록 기간을 잘 확인하고 서둘러 등록 을 진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Pacific Hwy S #8 Federal Way, WA 98003. Periodical Postage Paid at Federal Way and additional mailing offices. POSTMASTER: Send address chagnes to MS Media Group Corp. 33110 Pacifc Hwy S #8 Federal Way, WA 98003

연말연시

런칭 10주년 맞

개통비 · 심카드

해외 거주 교민 다 경제적이고 싸 수 있을까 항상 고 이런 고민을 해 비스를 하나 소개 미주 한인시장 런 한 아이토크비비는 주 한인 교민들께 을 받아왔고, 이제 스 하면 당연 아이 과언이 아니다. 이 하기 위해 올해 5 토크비비 모바일 라는 저렴한 요금 문자, 데이터 무제

732 호 13 마지막으로 윤 교장은 “시애틀 통 합한국학교는 2학기부터는 저소득층 자녀들에게 등록금 혜택도 제공한다” 며 9학년 이상의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는 우수 조교 봉사상에 대해 소개 하고 “조교 모집에도 많은 관심을 가 져달라”고 당부했다. 내년 2월에 시작하는 2학기 온라인 등록일정은 다음과 같다. ▲재학생: 1월 13일~1월 19일 ▲신 입생(입문 초급반은 제외한 중고급 레 벨만 등록가능): 1월 20일~1월 24일 ▲ 등록 웹사이트 주소: www.usbks.us ▲문의: seattle@usbks.org

Apr. 20, 2018

Lacey

Mercer Island SOLD


천진한의원 칼럼

팔꿈치 통증

손을 많이 쓰는 직업을 가진 분들이나 집안일을 하는 주부들은 팔꿈치에 통증을 많이 호소합니다. 팔꿈치 양옆으로 볼록한 부위와 주위에 통증을 호소하기도 하고 팔 꿈치 밑에 있는 아래팔의 근육에서 통증을 호소하기도 합니다. 이처럼 팔꿈치 주변에 서 통증이 느껴진다면 흔히 ‘엘보우’라 불리 는 팔꿈치 통증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팔꿈치 통증은 크게 두 가지로 나누어 볼 수 있습니다. 팔꿈치 바깥쪽이 아픈 경우와 팔꿈치 안쪽이 아픈 경우입니다. 손바닥을 하늘로 향하게 한 후 몸통에서 가까운 쪽이 팔꿈 치 안쪽이 되고, 먼 쪽이 바깥쪽이 됩니다. 팔꿈치 바깥쪽이 아픈 경우에는 ‘외측 상과 염’ 또는 ‘테니스 엘보우’라고 부르고, 팔꿈 치 안쪽이 아픈 경우는 ‘내측 상과염’ 또는 ‘

골퍼스 엘보우’라고 부릅니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테니스를 많이 치시는 분들이나 골프를 많이 치시는 분 들에게 많이 발생합니다. 테니스를 칠 때, 라켓을 휘둘러 공을 치다보니 팔꿈치 바 깥쪽에 힘이 많이 들어가면서 손상이 잘 됩니다. 골프는 흔히 말하는 ‘뒷땅치기’를 하다가 팔꿈치 내측에 손상을 입기 쉽습 니다. ‘테니스 엘보우’나 ‘골퍼스 엘보우’ 의 이름의 유래는 종목의 특성에서 유래 하지만 테니스를 친다고 반드시 외측 상 과염만 생기는 것은 아니고 테니스를 쳐 도 ‘골퍼스 엘보우’인 ‘내측 상과염’이 발 생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팔꿈치 통증은 운동하는 사 람들에게만 발생하는 것은 아닙니다. 종 목의 특성상 이러한 질환이 잘 나타나기 때문에 이와 같은 이름이 붙었을 뿐, 실제 로는 안타깝게도 집안일을 하는 주부들 이 가장 많은 환자군을 이룹니다. 집안일 이 대부분 손을 사용해야 하는 일인데 이 처럼 손을 많이 쓰다보면 자연스레 팔꿈 치에 무리가 갑니다. 더군다나 빨래나 행 주를 쥐어짜는 동작은 팔꿈치에 아주 많 이 무리가 가는 동작입니다.

팔꿈치에 있는 주름에서 손 쪽으로 1-2cm 아래에 있는 팔꿈치 관절 부위를 눌러 통증이 있다면 팔꿈치 통증의 초기 증상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조금 더 진행 하면 손으로 누르지 않아도 팔꿈치 뼈에 서부터 손목 쪽 아래로 길게 퍼지는 통증 이 발생하고 팔꿈치 관절 부근이 붓고 열 이 나기도 합니다. 간혹 밤에 잠을 자지 못 할 정도로 극심한 통증을 느끼기도 합니 다. 처음에는 빨래를 짜는 동작에서 팔꿈 치 통증을 느끼지만 증상이 오래 되면 물 건을 집기도 어려워집니다. 팔꿈치 통증을 일으키는 원인은 대부 분 손을 사용하는 근육에 문제가 발생해 서 근육들의 힘줄이나 부착 부위에 염증 과 유착 등이 발생했기 때문입니다. 간혹 주변 인대나 관절낭에 문제가 생긴 경우 도 있기 때문에 검사를 통해 정확한 진단 을 받아야 합니다. 팔꿈치 통증이 나타나면 통증 부위 에 얼음팩을 대는 것이 좋습니다. 열기와 부종, 통증이 가라앉을 때까지 얼음팩을 대고 무리한 일을 하지 말고 팔꿈치를 쉬 게 해줍니다. 팔꿈치는 손을 움직이는 동 작에서 움직이기 때문에 손을 쓰는 일을

많이 하지 않도록 합니다. 증상이 심해지 면 팔꿈치 통증 부위에 소염제나 주변에 침치료와 물리치료를 시행합니다. 동시에 주변 조직의 유착을 방지하고 혈류와 영 양을 공급할 수 있는 한약 복용이나 적절 한 운동 요법을 시행하게 되면 예후가 더 욱 좋습니다. 팔꿈치 통증은 한 번 발생하면 쉽게 낫기 힘든 질환입니다. 손을 사용하지 않 고 쉬어야 하는데 이렇게 하기 쉽지 않기 때문입니다. 평소 팔꿈치 근육과 주변 조 직을 운동을 통해 강화하고, 팔꿈치에 무 리한 일을 할 때에는 팔꿈치 주변에 보호 대를 착용하여 팔꿈치 통증을 미연에 방 지하도록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문의전화: 253-874-0058 HUMANA, UNITED HEALTHCARE 보험취급 *본칼럼은 본사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광고문의 / 독자제보 (253) 838-8380

November 08, 2019

813 호

17


타코마교실(아태문화센터): 매주 화 6:00 - 8:00 4851 S. Tacoma Way Tacoma WA 98409

미디어한국 기사/광고문의 18

813호

November 08, 2019

(253) 838-8380


1-425-776-8515 877-226-7876

www.seattle114.com

Seller/Buyer 직거래 매매 Save Money 사업체 매매 계약서, 리스 계약서 작성 및 검토 부동산 투데이: 전화(253)941-4989 무료등록

Teriyaki 일매상 $3,000 렌트 $3,400 (917)344-2988 November 08, 2019

813 호

19


기드온동족선교 박상원 목사 칼럼

1919 유관순 미주투어를 마치며...

북한 인권 영화제작을 한인영어권 2세 들과 미국에서 제작합니다. 현재 한국과 미국 그리고 북한과의 관 계악화 그리고 중국의 선교탄압으로 북한동족지원사역은 그야말로 얼어붙 었다. 그럼에도 후방에서의 선교반성과 앞으로의 역할은 참 고무적이다. 영화 1919 유관순의 제작한 2018년 3월 이후 부터 특별했다. 원래 ‘굶주림보다 더 큰 목마름’을 제 작하려던 윤학렬 감독이 한국의 정치 사정으로 북한인권에 대한 영화제작이 힘들다고 판단했다. 왜냐하면 한창 남 북회담이 무르익고 있는데, 북한동족들 의 참상을 알리는 데에 현 정권이 크게 동의하지 않을 뿐더러 자칫 투자하는 분에게 불이익 있을 수 있다는 부담이 되었다고 한다. 그러나 이러한 상황을 급진전하게 되 었던 것이 윤 감독이 원래 약속한 일이 취소되는 바람에 근처의 서대문역사박 물관으로 발걸음을 옮긴 것이 ‘1919유 관순’을 제작하게 되었던 것이다. 영화 촬영차 여러 번 이곳에 왔지만(최수종 주연의 ‘철가방 우수씨’ 등) 여자 옥사 를 방문한 것이다. 그곳 8호 감방에 너 무나 잘 알려진 유관순 외에 7명의 여 자 독립운동가들을 만났던 것이다. 간 호사, 기생, 맹인, 임산부 등등 출신지역 과 직업 등이 너무나 다른 그러나 하나 님을 믿는 신앙은 한결 같았던 그들을 더 깊이 알게 되었다. 내년이 3.1운동 100주년이 되는 2019년

20

813호

이 되는 해라는 사실도 주요했다. 100년 전 남과 북의 기독교인들은 나라사랑이 라는 하나의 외침으로 하나였다. 지금 100년 후의 모습과는 확연히 달랐다. 이 러한 원대한 뜻과 취지와는 너무나 투 자는 적었다. 겨우 12억(배급비 7억과 제작비 5억)을 식당을 운영하는 한 익 명의 여 권사님의 투자로 제작에 들어 갔다고 한다. 최근 다른 종교에서 제작한 ‘신과 함 께’라는 영화에 그 신도들과 단체들은 400억을 한순간에 모아 1,500만 명이라 는 관객을 동원하여 그 종교의 핵심교 리들을 특히 청소년들과 청년들에게 아 주 손쉽게 전파했다는 소식에 오직 그리 스도로 한 몸을 이루고 하나님의 뜻에 더 연합을 해야 할 기독교회와 성도들 의 너무나 슬픈 자화상을 보는 듯했다. 우여곡절 끝에 영화가 전국 200여개

November 08, 2019

상영관에서 개봉되었다. 여러가지 정치 적 일정을 고려해 3월 14일에 상영이 되 었다. 관객들의 마음과 눈을 흥미진진 한 재미를 주는 상업적인 영화가 아니 고 역사적 사실과 고증을 바탕으로 전 개된 다큐픽션영화이다 보니 많은 일반 관객들에게는 별 관심을 못 얻고 겨우 몇 만 명의 성도들만이 의무감으로 보 다보니 흥행에는 실패하고 말았다. 저 예산이다보니 배우들도 거의 재능기부 로 채웠고, 내레이션을 맡은 배우 하희 라씨도 권사취임기념으로 재능기부를 이루어졌다. 윤 감독은 “한편으로는 크게 흥행을 되어 사람들이 많이 보아주기를 바랐지 만, 오직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작품 을 만들고 싶었습니다. 돈과 인기를 목 적으로 했으면 아예 시작도 안 했을 것 입니다” 중국의 우리 선교지를 다녀온 후, 필자 도 극장상영 끝 무렵에 친구와 함께 관 람했다. 며칠전에 만났던 탈북청소년들 100여명이 이 영화를 보고 다들 그 자 리에서 펑펑 울었다는 소식도 전해 들 었다. 이유인즉 그들이 나라의 독립과 자유를 위한 유관순과 그녀들의 희생 과 외침을 보면서 자신들도 나라다운 나라가 없고, 그 소중한 자유가 없어서 북한과 중국에서 유리방황하며 생사를 넘어와 자유를 갖게 된 그 여정들이 너 무나 공감되었다는 것이다. ‘우리는 가 진 것을 잃어봐야 그 소중함을 알고, 빼 앗겨 보아야 참다운 가치를 압니다… 오늘을 잊지 말게 하소서!’ 라고 기도 하는 유관순의 눈물을 자유가 그리운 북녘의 동족들도 흘렸으리라 생각된다. 필자 역시 직접 영화관에서 영화를 보 다 성경말씀이 생각이 났다. “그리스도 께서 너희로 자유케 하려고 자유를 주 셨으니 그러므로 굳세게 서서 다시는 종의 멍에를 매지 말라”(갈5:1) 그리고 이 영화를 미주의 교회들과 성도들에 게 단체관람으로 보게 해야겠다는 결

심을 윤 감독과 했다. 왜냐하면 그리스 도께서 주신 이 자유를 그동안 잊고 지 냈던 해외 교포들과 성도들이 다시 기 억하여야 하고 북녘 주민들에게 이 자 유의 가치를 전해야겠다는 마음이 들 어서였다. 우선 후원교회들과 영상선교에 깊은 관심이 있는 목회자들에게 ‘1919유관 순, 그녀들의 조국’의 미주투어 단체관 람을 알렸다. 지역별로 일정을 세웠고 마침 영화에 강기자 역으로 우정출연 을 한 황현주 아나운서도 10일간의 서 부일정에 참석하겠다는 뜻을 알려왔다. (전) YTN, SBS, NBC 앵커로 맹활약 하며 현재 프리랜서로 활동중인 황 앵 커의 조인이로 더 큰 시너지와 반응을 볼 수 있었다. 출연한 배우로서의 소감 과 잘 정제된 어법과 전달력이 청중들 에게 잘 전달되었다. 선교와 영화 그리고 방송의 연결은 21 세기 영상시대에 꼭 필요한 선교적 도 구의 조합이 아닐 수 없다. 오늘의 세대 들은 문자가 아닌 영상의 언어로 대화 를 하고 있다. 북한에서도 청년들이 한국의 드라마 ‘태양의 후예’를 밤새보다 발각이 되어 처형이 되었을 정도다. 앞으로 통일의 문을 여는 중요한 역할도 이러한 영상 이 큰 한 몫을 할 것이라 예견된다. 교 회와 성도들이 이 영상의 선교적 도구 에 컨텐츠 공급과 물질적 후원에 크게 지원을 해야 선교도 되고 다음세대 청 년세대들을 키울 수 있다고 단언한다. 실제로 영화투어 기간에 많은 젊은이 들을 만났고, 그들의 눈빛과 관심들이 얼마나 진지하고 간절했던지 영화감독 과 아나운서를 만나려고 손수 영상을 제작하여 자신의 페이스 북과 SNS에 올려놓는 재능까지 선보이는 이들도 만 났다. 시애틀-라스베가스-남가주-북가 주-댈러스를 거쳐서 애틀랜타에 와서 윤 감독과 큰 영감을 주고받았다. 부모를 떠나 아주 어렸을 때에 이곳 미


기드온동족선교 박상원 목사 칼럼

국에 오는 바람에 한국말도 서툴지만 영어는 완벽한 2세들, 사고는 미국인의 패턴이지만 외모는 어김없이 한국인인 그들, 역사에 대한 인식도 민족에 대한 정체성도 불명확한 그들, 교회는 그들 의 생각과 의식의 울타리는 점점 높아 만 가서 비전마저도 희미해진 그들에 게 다니엘과 같은 한줄기 남은 핏줄로 부터만 형성되는 한줄기 진실-내 나라, 내 골육의 부인할 수 없는 영적 DNA… 하나님께로부터 육박해오는 비전… 그렇다, 이들이 관심하고 가장 잘 다 루는 것으로 정체성과 비전을 주자! “ 내 양을 먹이라, 내 양들을 치라…”주 님께서 부활후 베드로에게 부탁하신 말씀이 이것이 아니겠는가! 무엇으 로 지금의 2세들을 먹이며, 그들이 움 직이게 할 것인가? 그들이 가장 잘 하 는 것으로 그들을 일깨우자, 북한인권 영화(내용은 다음 편에 소개)를 한국 이 아닌 이곳 미국에서 그들을 캐스팅 (연출, 연기, 음악, 시나리오, 조명, 각 색, 효과 등)하여 그들의 지역에서 공 개오디션을 하고, 그들 부모의 교회와 성도들이 기도하는 복음통일비전 축제 로 모든 참여자를 공동투자자로 세우

면 어떨까? 그래도 이 세상에서 인권에 가장 활발하 고 관심하는 나라는 미국이다. 150년 전 우리나라에 복음과 구제로 선교할 수 있 는 나라로까지 기여해준 미국의 주류사 회와 교회, 성도들에게 미국말로 된 영화 를 보게 한다면, 세상으로 큰 반향을 일으 킬 수 있지 않겠는가! 11월 미대선전에 개 봉하여 대선주자들이 이 영화를 보고 트 윜으로 언급을 하는 데까지 주님께서 간 섭해 주시면 가능성은 무한히 열릴 수 있 다. 그래서 내 골육의 인권과 북한 안에서 아직도 억류중인 선교사들 그리고 그곳에 서 정금 같은 믿음을 지키고 있는 지하성 도들의 소식들이 알려지면 세상은 자유의 소리를 높일 것이고, 70여년 넘게 통제와 세뇌로 꼼짝없이 숨죽이고 있었던 북녘의 동족들은 그 자유의 가치 앞으로 용기를 갖고 당당하게 나아올 것이리라. 이제, 새벽이슬 같은 2세들이 표현할 우 리 동족들의 이야기가 만나는 미국에서 만들어질 북한인권영화(1부-그 여자 이 춘화, 2부-기도하는 억류자들, 3부-굶주 림보다 더 큰 목마름, 구체적인 내용은 다 음 글에서 소개) 제작의 일에 여러분들이 저마다 할 수 있는 최선의 협력과 역할을

바라면서… “그 작은 자가 천 명을 이 루겠고 그 약한 자가 강국을 이룰 것 이라 때가 되면 나 여호와가 속히 이 루리라”(사60:22)는 말씀의 성취를 기

원한다. For United Korea, In His Name... 박상원목사_기드온동족선교(GBMW)

광고문의 / 독자제보 (253) 838-8380

November 08, 2019

813 호

21


레이크우드 사건 희생자 고 최인자씨의 장남 최승원씨가 위로금을 전달받은 후 이기복 회장(맨 우측) 와 이종훈 이사장(맨좌측)과 함께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마이크 자로 레이크우드 경찰국장(좌측)이 한인 참석자들에게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한인그로서리협회, 안전교육 세미나 실시 7일 레이크우드 시청서…마이크 자로 경찰국장 교육 실시 이기복 회장, 고 최인자씨 장남 최승원씨에게 위로금 전달 워싱턴주 한인그로서리협회(회장 이기복)가 지난 7일 안전교육 세미나 를 통해 범죄 예방에 따른 실질적인 정보를 한인 참석자들에게 제공했다. 레이크우드 시청에서 오전 11시부 터 진행된 이날 세미나는 최근 한인 이 운영하는 그로서리업소에 잇달아 발생한 강도 및 살인 관련 사건이 심 각해지자 레이크우드시 경찰의 적극 적인 지원으로 한인 업주들을 위한 안 전교육이 마련됐다. 이기복 회장은 환영사를 통해 “이 렇게 한 해에 동시다발적으로 이 같 은 슬픈 사건들이 일어나게 된 것에 대해 무척 가슴 아프다”라면서 “올해 두 번째 희생자였던 퓨알럽 캔디가게 의 고 남순자씨의 남편에 따르면 당시 강도가 들어왔을 때 현금 등록기를 열

지 못하자 총을 쏘았다는 이야기를 들 었다”며 “이를 통해 우리에게 사전 예 방 교육이 얼마만큼 중요한 것인지에 대해 깨닫게 되었다”고 이날 행사의 취지를 밝혔다. 이 회장은 이어 “이번에 레이크우 드시에서 또 다시 한인 업주를 상대 로 발생한 세 번째 강도 살해사건 후, 한인 업주들의 안전교육이 절실하다 고 판단한 레이크우드시 경찰 당국이 이렇게 안전교육 세미나 장소와 강의 를 마련했다”라면서 “오늘 이 시간을 통해 이 같은 사고 사건들을 어떻게 대처해나가야 할지 어떤 준비와 지식 이 우리에게 필요한 지에 대해 올바른 교육을 받을 수 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한 후, 레이크우 드시 맥코드 마트 사건 희생자 고 최

인자(59)씨의 장남 최승원씨에게 위 로금을 전달했다. 이어 진행된 이날 안전교육 세미나 를 통해 레이크우드시 마이크 자로 경 찰국장은 “절도나 강도 범죄에 대한 경험이 거의 모든 분들에게 있을 것” 이라면서 “우리의 관할 구역인 레이 크우드시에서 이 같은 살인사건이 발 생해 그 누구보다 가슴 아프고 안타 깝게 생각하고 있다”라고 자신의 심 정을 밝혔다 자로 국장은 감시카메라와 관련 “범 인들의 출입을 확인할 수 있도록 해당 업소의 내부와 외부에 시큐리티 카메 라를 설치하는 것이 좋다”라면서 “굳 이 설치한 카메라를 손님들에게 숨길 필요는 없다. 오히려 이는 강도 범죄 의 대상이 될 가능성을 줄여줄 수 있

으며 해당 업소의 업주들은 설치된 카 메라의 작동 및 사용법을 반드시 숙지 해야한다”라고 강조했다. 자로 국장은 이에 대해 “이는 먼저 사건이 발생한 후 출동한 경찰이 용 의자의 모습을 카메라의 녹화된 영상 을 통해 최대한 빨리 확보한 후 수색 에 나설 수 있기 때문”이라면서 “시큐 리티 카메라 작동방법은 업주 외에도 업소에서 일하는 직원들도 그 사용법 을 알아야 경찰들이 정보를 빠르게 받 을 수 있어 범인 검거를 보다 원활히 진행할 수 있다”라고 언급했다. 이어 “용의자의 인상착의를 잘 파악할 수 있도록 카메라를 너무 높게 설치하지 는 말라”고 당부했다. 자로 국장은 CPTED(주위환경에 서 범죄를 예방하는 방법)와 관련, “

전라북도 도립국악단, 한인의 날 주 공연단 확정 제13회 한인의 날 준비위원회, 지난 3일 제3차 준비모임 가져

준비위원들의 회의 모습.

전라북도 도립국악단이 제13회 한 인의 날(대회장 김문형) 주 공연단으 로 확정됐다. 제13회 한인의 날 준비위원회(준비 위원장 영 브라운)는 지난 3일 사우스

22

813호

센터 더블트리 스위트에서 3차 준비 모임을 갖고 현재까지의 진행상황에 대해 서로 보고했다. 김문형 대회장은 “지난 9월 24일 전 주에 소재한 전북도청을 방문, 국제협

November 08, 2019

력 국장과 과장, 도립국악원장, 공원팀 장 등과 미팅을 갖고 양 측에서 경비 를 반분하기로 결정했다”며 “전북 축 에서 체재비 일체를 부담하고 우리가 항공료를 부담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 대회장은 이어 “지난해 주 공연 단이었던 ‘퀸’은 멤버들이 노래와 춤, 악기연주를 동시에 했지만, 이번 전라 북도 도립국악단은 연주, 무용, 노래 를 각각 맡게 될 단원 16명 정도가 올 예정”이라고 보고했다. 영 브라운 준비위원장은 “공연은 김순아 기획이 맡을 예정이고 이번에 새로 합류한 워싱턴 챔버 앙상블 뮤 직디렉터가 합창단을 이끌고 애국가 와 미국가를 맡는 것이 회장단의 바 람”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김법수 준비위원은 “합

창단이 애국가와 미국가를 맡는 것도 좋지만 국가는 개인이 맡는 것도 나쁘 지 않다”고 의견을 제시했다. 영 브라운 준비위원장은 또 “전북 측이 체재비 일체를 부담하기로 해 작년보다 비용이 덜 들 것으로 예상 되지만 지난해 이월금 1만7000달러에 재외동포재단 후원금 1만 달러를 감 안해도 적어도 2만 달러를 더 후원받 아야 5만여 달러에 달하는 예산을 충 족시킬 수 있다”며 “모금에 박차를 가 해 달라”고 당부했다. 샌드라 잉글런드 편집부장은 “미 정 계 정치인들의 초청과 브로슈어 인사 말은 쉐리 송 준비위원과 의논해서 하 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옥순 윌슨 준비위원은 “ 매번 똑같은 정치인들의 축사를 브

범인들은 여러분들의 업소 안에서 자 신이 행하는 범죄가 외부에 노출되는 것을 결코 원치 않는다”라면서 “그로 서리 업소를 살펴보면 스폰서 포스터 나 전단지 등으로 대부분 업소의 외 곽에서 내부를 확인할 수 없게 폐쇄 적으로 되어 있다. 물론 전기세나 여 러 가지 비용적인 측면이 더 드는 것 은 사실이나, 장기적으로 볼 때 범죄 예방을 줄이기 위해서는 LED 등으 로 업소 내부를 밝게 해두는 것이 가 장 안전하다”라고 강조했다. 자로 국장은 이외에도 혼자 일하기 보다 같이 일하는 동료가 있으면 좋을 것이며 현금은 안전한 금고에 두고 필 요한 정도의 현금만 운용하길 바란다 고 참석자들에게 당부했으며 알람 설 치 및 범인과의 물리적인 마찰을 피 하라고 말했다. 이후 참석한 한인업주들은 자로 국 장과 함께 질의응답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김용석 기자

로슈어에 싣는 것보다 이번에는 조금 다른 정치인들에게 기회를 주는 것이 좋을 것 같다”는 의견을 제시했으며, 샌드라 잉글런드 편집부장은 “기존의 연방상원의원 대신 연방하원의원들에 게 축사를 부탁해 보겠다”고 말했다. 리사 조 서기는 “이번에 참석자들 에게 나눠줄 기념품은 4000원짜리 한 복파우치로 결정될 것 같다”며 “2000 달러 정도의 예산이 들 것 같다”고 보고했다. 한편 김준배 준비위원은 “행사일이 2개월여 앞으로 다가온 만큼 매주라도 모여서 진행상황을 서로 공유해야 한 다”고 제안했고, 김문형 대회장은 “임 원들 모임은 매주, 임원 전체 모임은 보름에 1번 정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제4차 준비모임은 11월 17일 사우 스센터 더블트리 스위트에서 열린다.

박재영 기자


누구나, 건강은 자신할 수 없습니다. 하지만, 자신 있는 건강검진은 있습니다. 종합검진 우대 (30%할인) 혜택 대 기 문 메

상 간 의 일

: : : :

미주지역 한국교민(가톨릭 교우 / 가족) 6~9월, 12~3월 82-2-3779-2400 health1004@catholic.ac.kr

※ VVIP정밀검진, 10대암정밀검진 이외, 추가선택검사 또는 조직검사 등은 할인대상에 해당되지 않습니다. ※ 본 「우대 종합검진」의 검사항목 및 검진일정 등은 병원사정에 의해 일부 변경될 수도 있습니다. ※ 종합검진 외, 기타 진료에 대한 범위는 할인대상에 해당되지 않습니다.

1 V VIP 정밀검진 (1인 300만원 → 210만원) : 뇌/심혈관계 질환과 주요 10대암 조기발견을 위한 전신 종합검진 1. 종합검사 2. 특수검사 • 초음파 • MR • 기타

혈액검사, 안과검사, 심전도, 폐기능, 자궁경부세포, 암표지자검사 외 다수 전립선, 갑상선, 유방, 골반, 상복부, 심장 • CT 뇌MRI, 뇌+경부MRA(조영제 사용) • 내시경 골밀도, 동맥경화, 인유두종 바이러스(HPV) 외

복부조영, 저선량 폐 위/대장 수면내시경

2 10대암 정밀검진 (1인 165만원 → 116만원) : 주요 10대암 조기발견을 위한 종합검진 (위, 대장, 폐, 간, 유방, 전립선 외) 1. 종합검사 혈액검사, 안과검사, 심전도, 폐기능, 자궁경부세포, 암표지자검사 외 다수 2. 특수검사 • CT • 초음파 전립선, 갑상선, 유방, 골반, 상복부 복부조영, 저선량 폐 • 내시경 위/대장 수면내시경 골밀도, 인유두종바이러스(HPV) 외 • 기타

나와 가족을 위해, 내일은 자신감 있는 건강을 확인하세요.

November 08, 2019

813 호

23


24

813í&#x2DC;¸

November 08, 2019


(정관장 린우드) 린 우 드: 253-230-7928 3411 184 S SW #150 L , WA 98026 TH

T

YNNWOOD

(루헨스) 에드몬즈: 425-773-3525 22618 H 99 #111 E , WA 98026 WY

DMONDS

시애틀) 페더럴웨이: 253-232-9277(쿨리 33110 P H S #8 F W , WA 98003 ACIFIC

WY

EDERAL

AY

(아로마헬스) 타 코 마: 425-760-1773 8718 S T W #H L , WA 98499 ACOMA

AY

AKEWOOD

November 08, 2019

813 호

25


26

813í&#x2DC;¸

November 08, 2019


제 7회 워싱턴주 한인 탁구협회장배

탁구대회 일시: 2019. 11. 30(토) 09:00 장소: 시애틀 형제교회 체육관 (3727 240th St SE, Bothell, WA 98021)

참가 자격

대회 요강 1) 개인전 A조: 레이팅 1400이상. B조: 레이팅 1399 - 1000. 실버부: 1955년생 이상인자. 병아리부: 레이팅 800이하의 초보자

2) 단체전 (2인 1팀)

참가 신청 및 참가비

A조 : 각각 레이팅 1400이상. B조 : 각각 레이팅 1399 - 1000.

3) 개인복식(2인 1팀) : 팀의 레이팅 합이 3000이하.

신청 마감 : 2019.11.28 신청 방법: 동호회 카톡방 혹은

개인전: 레이팅 100 차이에 1점 최대 4점까지 부여한다.

문자메시지 206 399 0419 참가비: 한 종목당 20불/세 종목은 50불

단체전 : 단식게임은 최대 4점까지 부여하고 복식게임은

참가비는 시애틀 탁구클럽(STTC)이나

팀간 레이팅 차이 200점에 1점, 최대 3점까지 부여한다.

형제탁구동호회에 낼 수 있으며

* 핸디제 적용

개인복식과 병아리부는 핸디제를 적용하지 않는다.

시합 당일 등록 시 낼 수 있다.

개인 레이팅은 워싱턴 주 한인탁구협회 자체 레이팅을 적용하고 협회 레이팅이 없는 사람은 USA Rating을 적용하며

시상 내역

레이팅이 없는 사람은 협회에서 임의로 부여할 수 있다.

개인/단체전 입상자 - 메달&상금 수여 실버부/병아리부 입상자 - 메달&상품 수여

워싱턴 주 한인 탁구협회 회장 양종호 모든 참가 선수들에게 점심이 제공되고 시합 후 행운권 추첨으로 선물이 제공됩니다. November 08, 2019

813 호

27


마이클 이 칼럼

품위 있게 죽기위한 웰 다잉 준비 커뮤니티 서비스 카운슬러

마이클 이

죽음도 제대로, 멋지게 해야 한다는 “ 웰 다잉 (Well dying)”을 들어 보셨습 니까? 생의 “건강한 마감”을 뜻하는 웰 다잉 은 죽음의 문제를 회피할 것이 아니라, 사망 전후에 생길 수 있는 문제를 미리 점검 해 보자는 것입니다. 그래야 준비 없는 죽음 때문에 생길 수 있는 가족과 주변인들의 어려움을 덜어 주고, 좀 더 품위 있는 죽음을 맞 이할 수 있습니다. 건강한 삶을 최대로 유지한 나이를 “ 건강수명”이라고 하는데, 건강수명은 평균 70~75세입니다. 평균수명이 80~85세라는 점과 비교 해 보면 생을 마감하기까지 10년 정도 병치레를 한다는 계산이 나옵니다. 죽기 전에 수년간 병치레를 하는 것은 자신은 물론 가족도 정말 힘들게 하는 일입니다.

28

813호

오죽하면 옛 선조들도 제 명대로 살다 가 고통 없이 편히 죽는 “고종명(考終 命)” 오복(五福) 중 하나로 여겼겠습니 까. 웰 다잉 준비(1) 그럼 웰 다잉을 위해 우리는 무엇을 준 비해야 할까. 가장 먼저 “사전 계획서”를 남겨야 합 니다. “사전 계획서”를 미리 작성해 두 면 갑작스런 죽음에도 가족과 소중한 지인들에게 평소 남기고 싶었던 이야기 를 전할 수 있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사전 계획서”를 쓰는 과정에서 자신이 지내온 삶을 시간을 갖고 되돌아볼 수 있겠습니다. “사전 계획서” 작성 시 자녀에게 전할 삶의 지혜를 담아 두면 좀 더 의미 있는 기록이 되겠습니다. 웰 다잉(2) 장례 또한 웰 다잉을 위해 미리 준비해 둘 항목입니다. 장례비는 목돈이 한 번에 들어가는 일 이라 유족에게 큰 부담이 됩니다. 평균 적으로 $10,000.00에서 $20,000.00 정도에 비용이 소요됩니다. 할부거래를 하셔서 일정 기간을 선택 (1, 2, 3, 5년) 매달 소정에 할부금을 지 불 하시게 되면 경제적으로도 도움이

November 08, 2019

되겠습니다. 더욱 중요한 것은 오늘 날짜에 금액으 로 구입하셔서 5년, 10년, 20년……., 후 에라도 똑같은 가격과 물품, 그리고 서 비스를 받게 되므로 많은 절약을 하실 수 있겠습니다. 웰 다잉(3) “사전의료 의향서”는 웰 다잉을 위한 준비 중 하나입니다. 죽음이 임박해 합리적인 의사 결정과 표현이 불가능한 경우를 대비해 연명치 료 여부에 대한 의사 표시를 미리 문서 로 작성해 두는 것입니다. 부모세대와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혜택을 누리며 100세 시대를 살고 있습니다. 삶의 질이 높아진 만큼 죽음에 질 또 한 개선돼야 할 것입니다. 만약 오늘 밤 잠들어 내일 아침 깨어나 지 못한다면……. “그래, 난 정말 후회 없는 삶을 살았 어”라고 아무런 미련 없이 편안하게 죽 음을 받아들이는 사람에게 죽음은 고 통스럽지도, 슬프지도 않습니다. 아무런 준비 없이 자신의 인생을 마쳐 야 하는 허무한 죽음, 그리고 아무런 대 책 없이 남겨진 가족들에게 사별의 충 격은 또 다른 종류의 고통을 남긴다고

합니다. 자신에 죽음에 대한 아무런 준비 없이 갑작스러운 죽음을 맞는다는 건 자신 의 인생에 대한 의미나 가치를 송두리 째 앗아가 버리는 허무한 사건밖에 되 지 않겠습니다. 좋은 죽음이란 반드시 준비가 이루어 진 후에 맞이하는 죽음이겠습니다. 죽 음에 대한 준비 없이 사는 사람은 삶을 준비하지 않은 채 사는 것이나 다름없 습니다. 죽음에 대한 준비는 죽을 준비가 아니 라 삶의 준비입니다. “죽음에 대한 준비”, 우리 삶에서 이보 다 중요한 게 어디 있을까요? 당신과 사랑하는 가족을 위해 지금 계 획하세요! 지금 바로 전화 하세요! 마이클 이: (206) 818-577

*본칼럼은 본사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보니 왓슨 마이클 이 커뮤니티 서비스 카운슬러 206)818-5773


<미술대학입학시리즈 290>

전공이 문제가 아니라 학생이 문제 권선영 S 미술학원 원장

한국에서 대학을 졸업하고 미국에서 대학 원을 졸업하면서 내가 왜 그림을 그리고 작 업을 하는지에 관한 해답을 억지로 찾아보지 는 않았었습니다. 그에 따른 특별한 정답을 못 찾았다기보다, 그런 답을 일부러 찾아야 할 필요성을 못 느꼈기 때문이었습니다. 어 릴때부터 손에서 놓지 않고 그림을 계속 그 렸었고, 대학이라는 목표를 향한 전공을 정 하기에 미술은 너무나 자연스러운 결정이였 습니다. 별다른 고민이 없이 한국에서 입시미 술을 거쳤지만 대학에서 전공을 하면서 그림 에 대한 심각?한 생각을 가장 많이 한 시간이 아니였나 싶습니다. 주제를 다루는 심각성과 깊이감, 그 심각성을 다루기 위한 스스로의 갈등 속에서의 경쟁과 방향성 등… 예술성 을 다루는 작업이라는 분야를 통해 사회 속 에서 작품활동과 함께, 대학에서 다음 세대 의 예술가들을 양성하는 분야가 내가 가야 할 길이라고 당연히 생각했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유럽/미국에서의 교육과 생활 속에서 순수예술을 또다른 관점으로 바라볼 수 있 는 기회를 누릴 수 있었고 생활 속에 다양하 게 활용해 갈 수 있는 미술영역을 이해해 갈 수 있게 되었습니다. 한국에서 순수미술 전공의 일류?대학을 졸업하면, A.의례 대학원을 가거나 해외유학을 통한 대학원 과정을 거쳐 전문분야에 대한 직업 을 갖는다는 의례적인 관념 속에서 굳이 내 가 왜 그림을 그리고 있냐를 고민할 필요가 없게 될 수도 있습니다. B.작업의 주제를 다루고 작품의 완성도에 관한 고민과 갈등을 반복하면서 자신의 개 인적인 갈등을 무시할 수 없습니다. 그런 갈 등 속에서 내 작업의 깊이와 방향성이 일치 하지 않으면 또다른 장애물과 같은 고민의 늪에서 헤어나질 못하기도 합니다. A와 B의 귀로에서 수많은 미술학도들이 갈림길로 나뉘어집니다. 1)자연스럽게 (아무생각없이) A을 선택

하거나, 2)B를 선택하면서 스스로의 갈등 속에서 더욱 헤어나질 못하거나, 아니면 3)A과 B를 절충해가며 균형을 잘 잡아 갑니다. 미술지도를 이어오면서 많은 학부모님들과 의 상담을 겪어옵니다. 자녀분이 미술전공을 원하지만 부모 입장에서 그 선택이 못마땅 하신분들이 의외로 많다는 것도 봅니다. 미 술 전공을 원하는 자녀를 수차례 설득해보 다가 자녀의 강한 의지에 못이겨 미술교육과 학생의 선택을 허락?해 주십니다. ‘미술전공 해서 무슨 직업을 얻을 수 있나요? 졸업해서 뚜렷한 직업이 있을까요? 비싼 학비를 내고 학교를 나오지만 그만한 보상?을 누릴 수 있 을까요?...’ 등등 아직도 이런 질문들을 많이 들 하신다는 현실이 매년 놀랍기도 합니다. 어쩌면 그런 질문들을 하시는 한인부모님들 의 입장이 당연하다고도 생각됩니다. 그분들 의 세대에서 앞서 언급한 A/B의 예를 바탕 으로 미술분야에 대해 직접/간접 겪어오신 분들이라서 그럴 수도 있을 거라 생각됩니다. 요지는 미술전공이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 을 주는 것이 아니라, 한 학생마다의 성격과 자세가 그 학생의 미래를 좌우할 수 있는 확 실성의 차이를 만들어준다는 것입니다. 전 공이 문제가 아니라 학생이 문제라는 것입 니다. 공대에서 엔지니어링을 전공했다고 누 구나 다 원하는 보상대로 누리고 살 수 있 진 않습니다. 혹은 생물학을 전공한다고 그 학생이 다 의대를 가는 것은 아닙니다. 본인 의 적성에 맞는 본인의 열정을 충분히 쏟을 수 있는 분야를 찾고 선택하는 것이 미래에 대한 확실성을 줄 수 있다고 믿습니다. 미술 전공도 마찬가지입니다. 200여개가 넘는 다 양한 미술대학 전공분야가 있습니다. 과거( 현재도 대부분 학교들이) 한국의 미대입시 같은 반복 훈련에 의한 손놀림이 뛰어난 학 생이 아닌, 상황과 시대를 이해하고 분석하 는 창의적인 적응훈련이 된 학생이 미래에 대한 확실성을 줄 수 있습니다. 학생 개개인 의 준비된 태도가 중요합니다. 자신감이 있 고 현실적응력이 빠른 아이들은 그 어떤 분 야의 교육도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 있는 학 생입니다. 그런 아이들의 열정이 미술분야에 있다면 더할 나위 없는 미래의 비전을 볼 수 있는 학생입니다. 미국에서 한인학생들 미술 지도를 해오면서 미술 관련된 현실적인 직업분야들을 소개하 거나 그런 분야의 비전을 보여주는 전문가들 과의 만남도 힘쓰고 있습니다. 보고 겪은만 큼 그들의 꿈과 비전이 채워질 수 있기 때문

입니다. 순수미술을 전공했다고 해서 특별 한 직업이 없다는 생각은 굉장한 고정관념 입니다. 대표적인 애니메이션 회사들만 보 더라도 Fine art(순수미술) 전공자들을 선 호합니다. 그들이 뽑기 원하는 지원자들은 경험과 마인드가 창의적인 사람이기 때문 입니다. 순수미술 전공이면서 다방면의 전 문 프로그램 사용이 용이하거나 그 방면의 얼마나 많은 경험이 있나…가 중요한 관건 입니다. 한 학생의 삶을 대하는 성격과 자 세가 적극적이며 미술에 대한 열정이 강하 다면 그 학생의 미래는 밝다고 믿습니다,특 히 미국이나 유럽에서는 더더욱. 자녀의 관 심과 재능이 어떤지 안다면, 그 분야의 비전 이 현실 속에서 어떠한지에 대해 조사를 할 줄 아는 부모의 자세도 최소한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지금도 그렇지만 앞으로도 학 력과 경쟁은 점점 높아지는 사회속에서 초 급속도로 변화해가는 시대가 계속 될 것입

니다. 똑같지 않은 재능이 있다는 것은 혜 택입니다. 그 재능을 어떻게 활용해 갈 줄 아는 사람이 성장하고 성공하는 시대입니 다. 본인이 자랄 때 보고 겪은 생각만으로 자녀의 미래를 한정짓지 않는 것이 지혜로운 부모이지 않을까 라고 감히 의문해봅니다. 문의: 253-304-5903/ studioS.artclass@ gmail.com/ www.studioSfinearts.com <벨뷰 스튜디오> 700 108th Ave NE Suite 100 Bellevue, WA 98004 <레이크우드 스튜디오> 9601 South Tacoma Way Suite #204 Lakewood, WA 98499 S 미술학원장, 권선영씨는 한국 홍대 미 대와 뉴욕 RIT 미술대학원을 졸업했으며 파리 등 유럽 생활을 통한 문화 경험과 20 년이 넘는 미국 내 학생들 미술지도를 하 면서 현실적인 정보력과 미술교육에 주력 하고 있습니다.

박채원 (벨뷰하이 10학년) 학생 작품

미디어한국 광고문의/독자제보 253)838-8380 November 08, 2019

813 호

29


재무칼럼<623>

아리스토텔레스와 지폐 삼단논법

아리스토텔레스(384-322)의 가르침 에 의하면, 그 무엇을 돈으로 사용하 기 위해서는 그것에 내재가치가 존재 해야 하고, 그것의 양이 희소해야 한 다. 그는 다른 조건도 말했지만, 그것 들은 뻔하기 때문에 논의할 가치가 없 다. 중요한 것은 내재가치와 희소성이 며, 이 두 조건을 만족시키는 물품은 철, 동, 은, 금 또는 그것들을 중심으 로 만든 합금이었다. 내재가치란, 누가 “이것의 가치를 얼 마다”고 규정하지 않아도 그 자체에 본질적으로 존재하는 가치를 말한다. 현물의 내재가치의 크기는 보는 사람 에 따라 다르지만, 거기에 내재가치가 있는지 없는지를 알려면 “이것을 되팔 기회가 없어도 누군가는 이것을 살 것 인가” 물어보면 된다. 예를 들어, 비트 코인을 사는 사람은 오로지 되팔기 위 해 사고 있으므로 비트코인에는 내재 가치가 없다. 그 속에 누군가가 내재 가치를 본다면, 그것은 “되팔 수 없어 도 이것을 살 사람이 있을까” 하는 의 문을 품어보지 않았다는 뜻이다.

아리스토텔레스 시대에는 아무도 어 음이나 지폐, 즉 어음화폐를 몰랐다. 어음은 기원전 2세기 중국 한나라에 서 처음 나타났다고 하고, 서양에서는 기원후 1세기 로마에서 처음 나타났다 고 한다. 어음이 실크로드를 타고 서 방에 전해지는 데 약 200년이 걸렸음 을 어렴풋이 짐작할 수 있다. 지폐는 그보다 수백년 내지 천년 후세인 송나 라 또는 당나라에서 처음 모습이 나타 났다고 한다. 역사적 사실에 관한 견해 는 수시로 바뀌지만, 아리스토텔레스 가 살던 기원전 4세기에 지폐를 상상 한다는 것은 완전 불가능이었다. 만일 누군가가 타임머신을 타고 날 아가 아리스토텔레스에게 지폐를 보 여준다면, 그는 아마 “이것은 화폐가 될 수 없다”고 단언할 것이다. 어음을 모르는 사람은 지폐를 현물로 볼 것이 고, 현물로서의 지폐에는 아무런 내재 가치가 없기 때문이다. 오늘을 사는 현대인들도 2,400년 전에 태어난 아리 스토텔레스처럼 지폐를 현물로 보는 경향이 있다. 지난 주 칼럼(622그레그 맨큐의 화폐발행이익)에서 본 바, 이름 높은 경제학자도 그러한 시각을 가지 고 있다. 지폐를 어음으로 보면, 지폐의 내재 가치는 지폐의 발행으로 인하여 발행 기관이 지게 되는 부채의 금액과 같다. 어음의 발행자가 부실한 경우와 마찬

가지로, 지폐의 발행기관이 부실하면 그 지폐의 가치는 흔들린다. 이를 삼단 논법으로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지폐 삼단논법) 대명제: 어음의 가치는 액면금액과 발행자의 신용에 달려 있다. 소명제: 지폐는 어음이다. 결론: 지폐의 가치는 액면금액과 발 행국의 신용에 달려 있다. 위의 논법 중 대명제는 어음이 무엇 인지를 아는 사람은 반대하지 않는, 지 극히 당연한 진실이다. 소명제는, 세계 금융계 지도자들이 누누히 말하고 있 고, 각국의 지폐 발행에 관한 법률이 그렇게 되어 있고, 지폐 위에 그러한 사실이 기록되어 있고, 지폐를 발행하 는 중앙은행의 장부에도 그렇게 기록 되어 있다. 즉, 저 삼단논법 속의 대명 제와 소명제는 움직일 수 없는 진실이 다. 위 삼단논법 속의 소명제 “지폐는 어 음이다” 하는 사실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는 연준과 유럽중앙은행은, 이 상하게도, 지폐에는 내재가치가 없다 고 말하고 있다. 그들은 지페의 내재가 치 유무를 생각할 때마다 위 삼단논법 의 대명제를 잊어버리고 있다는 말이 된다. 또는 지폐가 어음이냐 아니냐는 질문을 받았을 때는 어음이라고 하면

서도 지폐의 내재가치를 생각할 때는 갑자기 지폐를 물건으로 보게 된다는 이야기일 수도 있다. 아리스토텔레스는 깊고 넓은 지적 유산을 남겼으므로, 지금보다 더욱 먼 후세까지 존경 받을 인물이다. 위 의 삼단논법도 아리스토텔레스가 개 발한 것이다. 저렇게 석 줄로 된 논리 가 성립되는 경우와 성립되지 않는 경 우를 구분하는 방법이 논리학 교과서 에 자세히 설명되어 있고, 그 설명을 시작한 사람이 아리스토텔레스다. 그 러나, 아리스토텔레스가 먼 후세의 인 쇄술을 몰랐듯이, 먼 후세의 어음화폐 도 당연히 몰랐다. 어음화폐를 몰랐다 고 해서 아리스토텔레스의 권위가 떨 어지지는 않는다. 위의 삼단논법에 보이는 바, 오늘날 의 지폐 제도를 무너뜨릴 수 있는 것은 “발행국 정부 재정의 부실화” 뿐이다. 미국은 때때로 정부 재정의 부실화를 향해 미친 듯이 치닫는다. 2017년 12월 의 감세법이 그 대표적인 예다. 미국은 자원이 풍부하고 그 자원을 지킬 제도 와 수단이 충분하여 쉽사리 흔들리지 않겠지만, 그러한 일이 반복되면 미래 를 장담할 수 없다. 경제를 움직이는 지도층이 예를 들어 위 삼단논법 같은 것을 통하여 돈이 무엇인지를 확실히 알게 된다면, 실책은 줄어들고 미국돈 은 더욱 안전해질 것이다.

♣ 엔돌핀스 기타 동호회 회원모집 ♣ 엔돌핀스 기타 동호회는 누구나 취미로 기타라는 악기를 가지고 배우고 즐길 수 있는 모두의 공간입니다. 부담없이 오셔서 노래와 기타를 함께 즐기며 활기찬 삶이 되시길 바랍니다. 시간: 장소: 주소: 문의: 30

813호

November 08, 2019

매주토요일 오전 10시~11시 30분 예수그리스도 후기 성도교회 28616 48TH AVE S. AUBURN WA98001 206)440-1004


교육칼럼

아들아, 딸아, 어깨를 쫙 펴려무나

대학에 원서를 제출하는 입시철이 되 면, 여러 가지 다른 상황의 학생들을 만 난다. 한 어머니가 전화로 예약을 하시 고, 딸인 수잔을 필자에게 혼자 보내셨 다. 대부분의 일들을 혼자서도 잘 해 나 가는 아이인데다, 부모님과 함께 상담을 하는 것을 꺼리기 때문이란다. 이 녀석, 성적도 어지간하고 시험 점수도 그리 나 쁘지 않은데, 희망 대학이 자기 성적으로 거의 확실하게 합격할 수 있는 대학만을 고집하고 있다. 정확한 정보가 없이 지레 짐작으로, 유덥은 상당히 가능성이 많은 데도 자신이 없어 한다. 얼마 전, 멀리 오레곤에서 필자의 사무 실을 찾은 한 남학생과 그 어머님이 사 무실의 문을 열고 들어오시는 것을 보며 사정을 듣기도 전에 마음이 내려앉았다. 입구의 문을 조심스럽게 두드리신 뒤, 들 어오시라는 말에 소리 죽여 문을 열고 들 어오시는 모습이 남에게 폐를 끼치기 싫 어하시며 만사에 조심하시는 분의 품성

이 느껴진다. 문을 열고 들어서는 어머님의 뒤에 너덧 발짝이나 떨어져 어깨가 쳐지고 구부정한 모습으로 싫은 기색이 가득한 얼 굴의 아들이 따라 들어선다. 사정인즉슨, 세 계 각지에 지점이 있는 한 무역회사의 중견 으로 일하는 아버지를 따라 세 군데 이상의 나라에서 국제 중고등학교를 다닌 좐(가명) 은 학교 성적이 아주 좋지 않다. 지금은 포 틀랜드에 있는 한 고등학교의 시니어인데, 대학에 원서를 내려니 갈만한 학교가 없는 것 같아 걱정이 태산이다. 용한 의원을 찾아 헤매는 말기 암 환자의 심정으로 몇몇 지인 이 추천한 필자의 사무실을 찾은 것이란다. 미국 대학의 입학 사정에서 말할 필요도 없이 가장 중요한 요소 중의 하나는 고등학 교의 성적이다. 물론 그와 더불어 어떤 과 목을 수강하고 좋은 성적을 받았는지의 여 부가 더욱 중요하다. 몇 년 전, 웨스트 시애 틀의 치프 실스 고교를 4.0 수석으로 졸업 한 한 학생이 유덥에 불합격한 이유가 바로 그 중요성을 대변한다. 레귤러 과목만 들어 올 A를 받은 것이 유덥에 들어와 공부할 수 있는 능력을 보여 주지 않는다는 것이 불합 격의 이유였다. 이러한 이유로 명문대를 목 표로 공부하는 많은 학생들이 자신의 학력 을 보여주기 위해 AP/IB 등의 대학 수준의

과목들을 수강하며, 적어도 Honor/College in the High school과 같은 수준급의 과목 들을 수강해 자신의 우수한 학력과 도전 정 신을 보여 주려고 애쓴다. 학교 성적 말고도 중요한 것이 또한 한국 의 수능 시험과 대비되는 ACT/SAT 등의 대입 학력고사 성적인데, 오늘의 주인공인 좐의 경우는 프랑스의 국제 학교에서 미국 고등학교로 전학 온 지 얼마 되지 않아, 그 마저도 준비가 잘 되어 있지 않은 상태였다. 이런 상황을 더욱 어렵게 만드는 것은, 이 가정의 경제적 형편이 그리 풍족하지 않아 외국 유학생에게 장학금을 주는 학교가 아 니면 학비를 감당할 수 없다는 장벽이 버티 고 있다는 점이었다. 이런 상황을 고려하면 실상 커뮤니티 칼리지를 제외하고는 별다른 선택의 폭이 없다는 것이 정확하다. 어렵게 조언을 드렸다: 미국 대학들 중에 서 유학생에게 재정 보조를 주는 대학은 아 주 드물고 그것도 대부분이 최고 명문 대학 들이기에 좐의 입장에서 지원할만한 대학 은 별로 없는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워싱 턴 주의 한 학교를 비롯해 미국 내 몇몇 리 버럴 아츠 칼리지들이 유학생에게 장학금을 제공하기도 하니 우선 이 대학들에 원서를 내보는 것이 지금 할 수 있는 최선의 시도

이다. 이를 위해서는 여러 다른 문화를 경 험한 자신의 상황을 잘 설명(변명이 아닌) 할 수 있는 에세이에 전력을 다 하는 것이 최선이다. 이러한 시도가 낮은 학교 성적으 로 인해 성공적이지 않으면, 가까운 커뮤니 티 칼리지에 진학해 저렴한 학비로 일, 이년 간 공부한 뒤, 4년제 대학으로 편입하는 것 이 결코 나쁘지 않은 방책임을 알려주었다. 하지만, 마지막으로 좐과 수잔에게 강조 한 조언은 ‘(자신 있게) 똑바로 서서 어깨를 쫙 펴라’는 것이었다. 조단 피터슨 교수의 “ 인생을 (풍요롭게 만드는) 12가지 법칙” 중 의 첫 번째 법칙에서 빌린 내용이다. 즉, 현 재의 처한 상황이 녹녹치 않더라도 눈을 크 게 뜨고 삶의 온갖 어려움을 극복할 준비가 된 자세를 갖는 것을 말한다. 실제로, 우리의 신경 세포에는 두 가지 종류의 케미칼—세 로토닌/옥토파민이 있는데, 어깨를 펴는 마 음의 자세는 세로토닌을 증가시킴과 더불 어 실제로 몸의 자세도 강하게 만든다고 한 다. 그러니 이제 마음을 다잡고, 힘을 내서 어깨를 펴고 똑바로 가슴을 펴고 서서 세 상을 바라보자. 힘들지만 극복하고 다음에 올 더 나은 삶을 기대하며 노력하자(www. ewaybellevue.com).

광고문의 / 독자제보 (253) 838-8380

November 08, 2019

813 호

31


‘살며 사랑하며 배우며’

겐마누아누 오아후 레지나 채 킹카운티 멘탈 헬스 카운슬러

“겐마누아누 오아후” 수지가 노래를 부르면 눈물이 난다. 수지는 컵케이크를 손에 들고 이 노래를 부르면서 눈물을 흘리고 있다. 이 노래는 영 어로 happy birthday to you…라는 축복송 인데 수지는 17년 동안 만나지 못한 막내의 생일을 축하하면서 눈물을 흘린다. 나도 가 슴으로부터 나오는 눈물이 흐른다. 두 손으 로 받쳐 든 컵케이크에 흔들거리는 촛불을 보면서 겐마누아후 오아후, 겐마누아후 오 아후 겐마누아후 Dear Baby……. 겐마누아 후 오아후………. 수지는 figi사람이다. 피지에서 아이들 넷 을 낳고 어부인 남편과 행복하게 살던 어느 날 바다로 고기잡이하러 간 남편이 탄 배가 폭풍에 침몰당하여 배에 있던 모든 사람이 다 물속으로 사라졌다. 수지는 아이들과 함 께 살아갈 길이 막막하던 중 미국에 가면 돈 을 벌 수 있다는 이야기에 미국으로 여행비 자로 왔다가 그냥 주저앉게 된 사연이 있다. 피지에서는 먹고살 일이 없어서 미국으로 와서 할 수 있는 일이란 다하면서 모은 돈으 로 피지에 있는 다섯 자녀를 공부시키고 두 자녀는 자기가 벌어서 보낸 돈으로 결혼까 지 시켰으나 본인은 아직도 불법인 상태라 자식이 너무나 보고 싶어 가슴이 터질 것 같 은데 갈 수 없는 자기의 나라 피지, 특별히 막내는 남편이 사고로 죽을 때에 뱃속에 있 던 아이인데 9달 되던 때에 떼어놓고 17년째 보지 못하였다. 수지가 나의사무실에 올 때에는 자기의 신분을 바꿀 수 있는 것을 모르고 있었다. 수지와 몇 번의 만남을 통하여 수지에게 필 요한 영주권신청을 위하여 나는 Northwest legal clinic. King county legal service. ACRS legal clinic……..등등 무료로 돕는 법룰 기관이란 기관은 다 찾아서 전화로 또

는 찾아가서 수지의 사정을 이야기하고 수지 에게 영주권을 받게 하고자 만날 수 있는 변 호사는 다 만나보았다. 또 변호사에게 사정 사정하면서 도와주기를 바라면서 그들을 얼 마나 괴롭혔는지…….. 변호사들은 먼 곳에 서 수지와 내가 오는 것을 보면 도망가고는 했다면서… 아무튼 수지는 이제 두달후면 영 주권이 나온다. 수지와 나와의 만남은 나를 만나고 있던 어떤 노인분의 care giver(간병인을 면접하 면서이다) 이 노인 분은 젊어서 돈을 많이 벌던 분으 로 자기 돈으로 간병인을 구하던 중 수지의 이력서를 다른 직원들을 통하여 보게 된 내가 수지를 면접하다가 알고 보니 수지는 17년째 영주권이 없는 상태에 있었는데 마침 이때에 정부의 불법체류자 구제방침이 있는 것을 알 고 수지의 영주권을 위하여 수지와 나는 열 심으로 찾아다녔다. 그리고는 금년 이제 두 달 후면 영주권이 나온다. 수지에게 영주권 이 나온다는 소식을 들은 나와 수지는 눈물 샘이 터진 것처럼 눈물을 흘렸다. 수지는 이제 두 달이면 비행기를 타고 선 물을 잔뜩 실은 여행가방을 가지고 자기의 고향인 피지로 갈 수 있는 것이다. 수지는 걱정이 생긴다. 9달 째 떼어놓고 온 막내를 만나면 뭐라고 말하지? 그 아이 가 나를 기억도 못할텐데… 그 아이는 엄마 를 좋아할까? 지금 고등학교에 다니는데 그 아이가 좋 아하는 것을 사가지고 가면 그 아이는 얼마 나 좋아할까? 자기를 버리고 갔다고 미워하 지는 않을까? 수지는 피지에 대하여 신나게 애기를 하 기 시작한다. 피지에는 하마가 많은데 하마 고기는 피지사람들이 잘 먹는 고기란다. 하 마 고기를 yam과 함께 구덩이를 파서 돌을

넣은 후 구우면 그 맛은 최고라며 레지나에 게 꼭 맛보게 하고 싶단다. 수지는 잠을 이루지 못한다. 17년 동안 꽁꽁 묶어놓았던 그리움 때문 에 잠을 못 이룬다. 두 달 후면 갈 수 있는 내 고향의 산과 들 의 냄새가 그리워서 잠을 못 이룬다. 꿈속에 서 수지는 가족들을 만났다 그리고 얼싸안 고 눈물로 해우를 했다. 꿈에서 깨어난 수 지가 걱정을 한다. 그리고 나에게 전화를 했 다. Regina I had a dream ,in the dream I met my whole family and my friends. Do you think I can get green card? 나는 수지의 불안감을 해소시키기 위해 Of course! You deserved. 영주권 타는 시간이 가까이 올수록 수지 는 조바심이 난다. 무엇을 사가지고 갈까? 아이들을 만나면 아이들이 나를 반길까? 생각이 많아서 잠을 못 이룬다. 수지가 피지에 대해서 이야기한다. 피지에 는 공장이 없어서 필요한 것들은 수입에 의존 하는데 국민전체가 가난하니까 물건이 있어 도 너무 비싸서 쉽게 살 수 없단다. 수지가 이야기를 한다. 미국에 와서 안 해 본 일이 없이 고생을 하여도 피지에 있는 다 섯 아이들이 배부를 생각을 하면 자기가하는 일이 힘들 수가 없었다고……. 수지가 이야기를 한다. 자기가 해온 일들 을…… 비가 주룩주룩 내리는 공사판에서 flag man(깃발을 들고 하루 종일을 서 있던 일) 너무 춥고 떨렸지만 다섯 아이들이 배부 르고 따뜻하게 지날 생각에 추워도 행복할 수가 있었다고…. 한여름 100도가 넘는 땡볕에서 하루종일 딸기를 따고 고추를 따느라고 허리가 잘 펴 지지가 않아 휘청거리는, 겨우 고개를 들어본

하늘을 바라보면서 그 하늘에 웃고 있는 다섯 아이들의 배부른 모습에 그 땡볕의 무더위가 그다지 뜨겁지 않았노라고……. 남의 집에서 식모로 일하다가 일이 서투르 다고 주인(나이가 수지의 반밖에 안 되는) 여 자에게 야단을 맞으며 눈물이 나왔지만 쫓겨 나게 될까봐 눈물을 가슴속에 꾹 붙잡아두고 미소를 띠우며 야단을 맞던 시간도, 건강하 고 배부르게 자라는 다섯 아이들 모습이 눈 에 아른거려 행복했다고 한다. 수지가 말한다. 왜 자기가 지금까지 혼자 살수가 있었냐고? 어부였던 남편은 아무리 아이들이 예뻐도 항상 아내인 수지를 먼저 찾고 수지를 얼마 나 사랑했는지 수지가 살던 동네 모든 여자 들이 부러워했다고.. 그리고 그런 남편이 지 금도 그리워서 자기가 일하는 집근처에 있는 물가에서 남펀을 그리워하면서 지낼 수 있었 다고….. 그런 남편이 지금도 자기의 가슴에 뜨겁게 자리 잡고 있다고… 수지가 변호사에게 영주권을 받을 수 있 다고 통보 받던 날 6피트의 키에 235lb인 수 지가 자기 키의 머리하나는 작은 나의 가슴 에 얼굴을 파묻고 울고 또 울었다. 우린 아 무 말 없이 그저 울기만 했다. 난 왜 눈물이 이다지 많을까? 수지가 행복해한다. 너무 행복하단다. 그 래서 나도 행복해진다. 수지! 이젠 “겐마누아후 오아후” 노래하 면서 울지 말자. 그건 happy song이거든! 레지나 채 워싱턴주 가정상담소 소장 워싱턴주 크리니컬 카운슬러 206)351-3108

11월 북소리, 오는 11월 16일 열린다 11월 북소리가 오는 11월 16일 토 요일 오후 1시 30분 동아시아 도서관 에서 열린다. 이번 강연자는 워싱턴대학교 한국 학센터에 지난 5월에 부임한 마르코

가르시아 부소장으로 한국명은 이태 산이다. 하와이대학에서 한국학으로 석사를 받았고, Elms College에서는 일본어 강사 및 국제교류 프로그램 디 렉터를 역임했다. 최근에는 중국 난징

대학교에서 영어를 가르치기도 했다. 이번 북소리 강연에서는 외국인으 로서 한국어를 공부하면서 경험했던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줄 계획으로, 강 연은 한국어로 진행된다.

광고문의 / 독자제보 (253) 838-8380 32

813호

November 08, 2019


November 08, 2019

813 í&#x2DC;¸

33


구인

그로서리 델리에서 저녁타임에 일 하실분 필요합니다. 영어는 필요없음. 지역은 port Orchard. ☎ 253) 303 -2176

타코마 척추 의료원에서 마사지 테라피스트 구함 ☎ 253)581-8991

구인

구인

일식 경력 있으신 웨이츄레스 모십니다. 점심 이나 저녁 근무 가능 하시고 세금보고 가능하시고 영어 가능하신분. 대학생이나 웨이터 환영합니다. 식당이 바쁜 관계로 오후 2시반 이후 통화 가능합니다. 지역: Fife ☎ 253-363-7800

구인

경험있는 도넛 베이커 구합니다. Experienced Donut Baker ☎ 425-599-6637

구인

브리엔 (씨택 공항 근처) 소재 세탁소에서 셔츠 다리며, 세탁소 모든 일을 운영할 수 있는 분 모십니다. Part Time, Full Time 원하시는 분 우대함 ☎ 206-246-2440

벨뷰 한식당 웨이터,웨이츄레스 구합니다. 유경험자 환영 좋은조건 풀,파트타임 ☎ 206)366-5225(메세지)

구인

Dental Assistant 구함 (치과 보조) 이영우 치과 ☎ 253-839-0660

구인 스킨케어 0명, 맛사지사 0명 초보자 가능, 경력자우대 근무지: 페더럴웨이 ☎ 206-861-2615

구인 그로서리 구인, 월 - 금, 오전 6시 - 오후 2시 월 - 금, 오후 2시 - 오후 8시 ☎ 253-217-6115

구인

구인

1.세신사 구함 (월 $4500~$5000 보장. 팁 별도) 2. 마사지사 구함(WA 라이센스 소지자) 3.프론트 데스크 리셉션보실분 구함 (합법적 신분. 영어 가능하신분) ☎ 425-361-7547, 425-741-1004

구인

RENTON 76 일하실 분, 경험자 우대 ☎ 253-217-6118

Rent 76 Gas Station 일하실 분 찾습니다. 경험자 우대 ☎ 253-217-6118

식당 투자자 모집

순두부 전문점, 한식, BBQ, 커피, 소액투자, 연수익 보장, 담보제공, 훼더럴웨이, 벨뷰, 시애틀, 린우드 ☎ 부동산투데이: (253) 941-4989

구인

가족같이 함께 일할 분을 찾습니다. Full/part time 오전 1시 ㅡ 8am, 금토일 오전 4시부터 9시am 브레머튼 지역 도넛 가게 ☎ (469)265-9866

구인 Silverdale에 있는 이발소에서 함께 일 하실 분을 찾고 있습니다. ☎ 뮨옥 (360) 620-1544

구인 테리야끼 주방장 구인 시애틀 캐피탈 힐 테리야끼 주방에서 일하실 분. 유무경험 풀, 파트타임, 가능 최고대우 ☎ (206)218-4074

구인

타코마 근처 일본 스시 식당에서 파트타임 웨이츄레스 구함. 초보자도 환영. 간단한 영어하면 됨. ☎ 253-880-7695

구인

타코마 초당 순두부 풀타임. 웨츄레스, 웨이터 구합니다. 유무경험세금보고 가능한 분 ☎ 206-816-2617

구인

5G 이동통신사 사업에 인재를 찾습니다. 매장 Retailer 경영 운영하고 싶은 분. 근무할 매니저/Full /PT: 무경험/ 유학생 환영. ☎ 972-246-8949 Email: metrobytm@gmail.com

구인 린우드 토담골 풀,파트타임 웨츄레스, 웨이터 구합니다. 경험 있으신분 환영합니다. ☎ (206) 777-5657

구인

구인

Family Black Belt Academy, Skilled martial arts instructor Seattle Salary $56,722.00 to Start min 24 months exp. min black belt in Taekwondo occasional competitions on the weekends. professional membership in a Taekwondo Assoc. exp. in teaching young children send resume youngsohlawandtax@gmail.com

저희 클리닉에서는 적극적이고 능력있는 오피스 매니저를 청빙합니다. 1. 영어는 필수 (기타 언어 구사자 우대) / 컴퓨터 (paperless office 이므로 MS WORD, EXCEL 사용 경험자) 2. 주 4일 근무 (FLEXIBLE TIME FRAME) 3. 근무 내용 : 환자 스케쥴, 빌링, 오피스 매니저 경력이 없어도, 트레이닝 시켜 드립니다. * 이력서와 자기 소개서를 이 메일로 보내 주시면, 검토 한 후에 연락 드리겠습니다. 이 메일 : tt4c@hotmail.com 전화 문의는 받지 않습니다.

E-mail: real4949@gmail.com

구인

자동차 세일즈 구함

구인

린우드 중고차 딜러에서 일하실분 세일 경험 없으신분 트레이닝 가능 18823 Highway 99 Lynnwood. ☎ (206)696-3320 팀신

구인

린우드에 위치한 소호 미용실에서 봉급 받으시면서 또는 시간제로 일하실 보조 구합니다. 자격증 없으셔도 됩니다. 자격증이 있는 보조나 미용사도 구함. ☎ 425-508-7890 Research, Processor Property Management Part time or Full time Global R.E Express Lakewood Commercial Real Estate

구인

타코마 페드럴외이지점에서 리셉션리스트나 브랜치 매니저를 구합니다. 이력서는 Joohee@blue springchiropractic.com 으로 보내주세요.

구인

커클랜드 세탁소에서 카운터 PT 구함 ☎ 425-883-9132 Food Handling Manager – Y & J Enterprise / Hot Iron Mongolian Grill Marysville WA. Salary DOE. Chef or Managerial background. Teriyaki & Oriental Sauces E-mail: youngsohlawandtax@gmail.com

813호

구인

웨츄레스 구함, 타코마 새로 인수한 순두부 식당 한식당 경험 있으신분 환영합니다 ☎ (206) 816-2617 (2시 이후) 세탁소에서 일하실분 구합니다. Full 타임일하실분. 세금보고 가능 하신 분. 경험있으신분. 크로징까지 해주실분 E.Seattle 지역 ☎ 206)931-9631

구인

구인

34

구인

November 08, 2019

세탁소에서 프레스 하실분 밀크릭지역 ☎ 425-772-9325

구인

타코마 페드럴외이지점에서 리셉션리스트나 브랜치 매니저를 구합니다. 이력서는 Joohee@ bluespringchiropractic.com 으로 보내주세요.

구인 새로 인수한 테리야끼 주방장, 헬퍼 린우드, 에버렛 근교에서 가까운 식당 풀타임, 파트타임 캐셔 경험 있으신 분 에버렛 테리야끼 플러스 연락주세요. ☎ 202-744-3152

구인 퓨알럽에 위치한 바버샵에서 이발사를 급구합니다. 바쁜 가게입니다. 연락 주세요. 감사합니다. ☎253-548-8787, 253-770-7480


(괄호안: 올린날짜)

구인 (08/26/19)

구인

타코마 지역 고급하숙, 민박, 여행자 환영 253.571.8080

코웨이 제품 설치 및 서비스 하실 분 모집합니다. (노스지역 거주자) ☎문 의 253-220-8005

구인

훼더럴웨이 세탁소에서 상의 다리는 경력 있으신 분을 구함니다. ☎ 253-335-8087 헤레나

구인

벨뷰 한식당 주방장, 주방헬퍼구함 BBQ 고기 다루시는 분 환영 합니다. 동종 업계 최고 대우. 유급휴가 제공. ☎ 253)941-4989 메세지 남겨주세요.

구인

뷰리엔 지역 세탁소에서 카운터, 프레스 하시며 나의 사업처럼 돕다가 마음에 들면 좋은 조건 으로 업소 인수하세요. *원하면 바느질 기타 모든 것 배울 수 있음. ☎206-246-2440 or 206-439-7841

구인

그로서리 가게 풀타임, 파트타임 일하실분.(타코마 지역)

☎253-320-6506 or 253-414-4449

구인

타코마 신신백화점 매장에서 근무하실 직원을 구합니다. 세일즈/캐쉬어, Full/Part Time 가능 ☎ 253-582-2975

구인

Food Handling Manager – Y & J Enterprise Inc ( a.k.a. Y & J Enterprises NW, Inc. - Hot Iron) Marysville WA. Salary DOE. Chef or Managerial background. Teriyaki & Oriental Sauces Contact: youngsohlawandtax@gmail.com

구인

구인 린우드 한아름마트내 설렁탕 전문점 풀, 파트타임 가능 캐시어 구합니다. 주말에만 근무하실 분도 환영합니다. ☎ 410)733-8864, 206)229-6229

구인

구인 그로서리 델리에서 저녁타임에 일 하실분 필요합니다. 영어는 필요없음. 지역은 port Orchard. ☎ 253-303-2176

구인

Univercity Way 한식당에서 찬모, 주방쿡, 주방헬퍼, 홀서빙, 카운터 서빙 구합니다. ☎ 206-446-2036, 425-373-6485

구인 성실하게 일하실 분을 찾습니다. 자유롭게 일하시면서 함께 미래를 꿈꿔 나갈 분을 모집합니다. ☎ 206-459-1848

구인

테리야끼 식당 맡아운영 하실분 경험있으신분 부부 환영 합니다. 9730 WA-532,Stanwood,WA 문의:(253)941-4989(문자)

구인 켄트에 위치한 자동차 바디샵에서 일 하실 분 구합니다. 유, 무 경험자 환영 ☎ 253-839-5193

세탁소에서 카운터 프레셜 구합니다. 지역) 시애틀/메리슨 지역 ☎ 253-267-2888

구인

구인

구인

주유소 캐셔구함 (디모인스, 시택지역) 풀타임/파트타임 ☎ 206-334-7532

구인

벨뷰(Bellevue)에서 아이 돌보실분 구합니다. ☎ 626-824-6015, 202-431-3544 (Mrs. 박)

구인

레이크우드에 있는 클리닉에서 유/무 경험 있으신 영어/한국어에 완벽하신 Receptionist 를 구합니다. ☎ Fax 253-588-4035

구인 간병인을 모집합니다. •시애틀, 쇼어라인, 벨뷰와 인근 지역 •의료, 치과, 안과 보험혜택 •유급 휴가 / 파트 타임 & 풀타임 •자격증 취득 교육과 시험 비용 회사 부담 •자격증 소지자는 경력 따라 우대함 레스케어 홈케어 렌톤 사무실/김문정 ☎ 425.271.0614 교환 1026

급구, 주방일 하실분 그로서리 테리야끼, 델리 시애틀, 월~금요일 근무 ☎ (206)539~8341 신신백화점 매장에서 주말 근무 가능한 캐쉬어(Cashier) 원합니다 파트타임 / 풀타임 가능 ☎253-582-2975

구인

성실하게 함께 일 할 ASSOCIATE CHIROPRACTOR 선생님을 초빙합니다. 1. 워싱톤 주 면허 소지자 및 소지 예정자. 2. 컴퓨터 사용 필수 3. 린우드/ 벨뷰 오피스에서 근무 관심이 있으신 분은 (425) 2246874 번으로 '문자' 로 먼저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구인 Administrative Specialist, Young S Oh P.S. Lynnwood, Need to speak and write Korean Governmental and Banking Forms/ Must be versatile experience in Korean Web environment / Must use CS Solution / Heavy financial and data compilation work / Light Out of state travel. contact: youngsohlawandtax@gmail.com

구인

테리야끼 키친 10:30 ~ 2:30 헬퍼, 린우드 지역, 여자분 유경험자 원함 ☎ 425)741-9733

구인

NEW 호텔 Maintenance 구함, Auburn WA Real4949@gmail.com, Keumwoo@hotmail.com Resume to Email or call 206-612-8962 (이상규)

구인

레이크탑스 미니마켓에서 풀타임 케시어 구합니다. 남자분 환영 ☎ 253)232-8952

구인

린우드에 위치한 세탁소에서 상하의 프레스 하실 분 구합니다. 전화문의 환영 ☎ 425)776-7444

매매

테리야끼식당 매매, 1,200sf, 가격: 5 만불,

에버렛지역 ☎425)679-2003

매매

Yakima 농장 직송 꿀맛 organic 황도, donut peach 판매 ☎ 253)441-5799

그로서리 매매

20년 운영한 안정된 그로서리 리타이어 관계로 매매합니다. 노스 시애틀 지역. 꼭 관심있으신 분만 연락주세요. 15만 + 인벤토리. ☎ 206 -755 -0004

매매 마켓 스시 매매 (2만5천), 주변 10만세대 입주중. 지난 3년동안 년 5~6만 순수입, 적은투자, 쉬운운영, 1인 운영가능 타코마에서 20분거리, 오후 2시에는 문자메시지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206-914-0561

그로서리 급매

3,500 Sqft, 매매가 6만불, 일 매출 $1,100 $1,200, 렌트 $700, 인벤토리 포함 Ritzville, WA. 안전, 조용, 꼭 하실 분만 연락

☎ 509-659-1040, 253-249-8889

리스, 렌트

타코마 지역 바쁜 코너 좋은식당자리. 주위에 경쟁없고., 권리금없이 쉽게 영업 시작 할 수 있는 절호의기회. 테리야끼 및 월남국수, 피자 등에 최적소. 후드 및 워킹쿨러등이 설치되 있음. ☎ 206-271-3071

렌트

소규모 모임 및 파티에 분위기 필수 용품 앰프 필터 및 모든 장비를 렌트해 드립니다. ☎ 360-440-6713

매매

세탁소 매매, 주인 은퇴 Queen Anne 지역 ☎ 206-282-7395

매매 한인타운에 주거용 Lease, Rental SOUTH TACOMA WAY 한인타운 싸릿골 뒷편 2층, 2층A: 방2개 주방, 2-3명 사용가능 물,하수도,쓰레기세 포함, 전기세 분할 1/N $1,000/MONTH 2층B : 큰방1, 작은 주방, 1-2명 사용가능, 물, 하수도, 쓰레기세 포함, 전기세 분할 1/N $700/MONTH 8524 S.Tacoma Way Lakewood ☎연락처 (253)988-4949 or (206)612-8962

매매

주인의 사정으로 스모크샵 급매 bonny lake 지역 월매상 $60,000 인컴 $8,000. ☎ 253-303-2176 (문자메시지 남겨주세요 )

November 08, 2019

813 호

35


매매

렌트

성업중인 일본식당, 일일평균매상 $1800.

테리야끼 일매상 $500 에버렛 쇼핑몰 근교 렌트$2,046(NNN포함) 약600sf, 현주인 12년 운영 주인은퇴 매매 ☎ 425-319-2437

렌트

세탁소 매매

페더럴웨이 콘도 룸메이트, 학생환영, $500 ☎ 206-771-4034

주인은퇴로 12년 운영한세탁소 매매 세탁장비 포함 좋은조건 가능합니다. 세탁소 경험 있으신 분. 킹카운티 지역 ☎ 425-523-2417(전화문의환영)

세탁소 매매

리스

Lease 700sf 세인 조셉 병원앞 가장 번화한 지역 (tacoma) ☎ 253-232-8581

리스

중소도시 요지. 한번보면 마음에 드는 곳, 고생없이 좋은 수입. 운영방법 및 필수 영어 전수, 가격 375K

다나 빌딩, 리스(김덕신 병원) 자리1,400 sf, 동물병원자리 650 sf, 임대 문의 Sam 윤 ☎ 253-839-6022

주인 ☎ 509-293-3390

판매

세무자료 공개 : 253-528-0040

타코마 독방 렌트, 한인마켓 10분 거리 깨끗하고 조용한 하우스, 월 $500 (유틸리티 포함) ☎ 253-232-6757

렌트

H 마트에서 10분거리 인터넷, 가구완비, 직장인환영 월 550불 ☎ 253-258-7513

렌트 알버우드(Arbor Woods) 아파트 세탁기 포함, 저렴한 렌트! 한국 매니저가 친절히 도와 드립니다. ☎ 253-661-0315

렌트

타운홈 렌트 (노스게이트 몰에서 1.8마일) 편리한 교통위치, 방2+Den, 욕실2.5, 차고1, 세탁기 1270sq, $2,295, Pet: case by case ☎ 714-319-1435

한국 북, 장구 파실 분 연락주세요. ☎ 253-753-3601

식당용품 팝니다, 샌드위치 2 Door Prep Table, 냉장고(True) Burger 네온싸인, 코끼리표 보온밥솥, 식당용 후드 8'FT ☎253-333-8221 (월~금요일 11시~5시)

판매

판매

1년 쓴 코웨이 더운물, 찬물 정수기 원가 $1399, $600 판매 ☎ 206-861-3567

Casio 올겐팝니다. 올겐 츄레이닝북도 함께 드립니다. 가격 $50.00, 에버렛지역 ☎ 206-354 2491

리스

판매

타코마 독방 렌트 깨끗하고 조용한 하우스 독방렌트. 한국마켓에서 15분거리 월500불 (유티포함) ☎ 253-209-0159

판매

타코마독방렌트합니다 한인마켓5분거리 수영장 헬스 세탁기완비 인터넷 유틸포함 $500 ☎ 253-331-8839

판매

1500sf Federal Way Hmart 근처 번화한 지역 Nail salon, office, 식당 등을 꾸미면 좋은 위치 ☎ 253-740-5953

매매

테리야끼 레스토랑 매매합니다 일매상: $1,900 (3월, 4월) 매상 증가 (작년에 비해) 2017년도 일년 매상: $534,000 RENT: $3,240, 가격: $225,000, 위치: Nampa, Idaho Ben Chon: 208-602-1511 ☎ 208-602-1511

매매 농장과하우스매매 3bed 1.75 Beth. 1250sf Land 11acres. Water light have. Lot of fruit tree. Persimon, pear, prum, kuiwi, now 대지감자. Air port 10중거리 가격725k. Air port 10분거리 ☎ 206-226-8834

그로서리 매매

매매가 $230,000 건물포함, 매상 36,000(월) 올림피아에서 50분 거리 SW ☎360-538-2469

급매

타코마몰 근처 $40,000 Inventory 포함 Gross Sale 약 $30,000/mo. Base Rent & N.N.N $ 2,480/mo. Income: +/=$3,000-4,000 giryup@gmail.com ☎ 206-398-9520

급매

가게 꽃 타운 16만불 11문짝 그리고 5문짝 walking cooler. 1500 sqft and 1RM. 아침 전화 바람. 리스, E-VISA 가능. 사거리코너.

☎ 1-360-336-3180 테너(캐논볼 cannonball)색소폰 팝니다 실버칼라.엑스트라 넥 하나더 있음. 가격;$1,900 알토 색소폰 (yamaha 62 야마하). 6개월사용 거의새거와 같음. 가격;$2,300

☎ 425-319-3000

판매

moving sale 이바하 피아노 $550. 소리는 아주좋습니다 ☎ 206-399-7509

Hand 수동 고기 써는 meat slicer 판매. 가격 $180.00. ☎ 206-226-8834

판매

집에서 기른 싱싱한 채소 팝니다. 꽈리고추, 풋고추, 부추, 갯잎, 호박, 무우, 배추, 단호박 ☎ 253-227-9647

한국과일 나무팝니다.

신고배 나무. 후지사과. 한국포도. 단감나무.연씨감나무, 청매실 . 홍매실. 앵두나무. 밤 나무. 한국 무화과 나무. 오디뽕나무. 왕대추 나무. 한국모과 나무. 보리수나무. 은행나무. 왕 불루베리나무. 대나무 .흑죽대. 비파나무. 가죽나무. 한국자두나무. 두룹나무. 한국소나무. 노랑체리. 한국소나무. 방풍나물. 머구. 신선초. 곰취나물. 한국우엉모종 ☎ 253-232-2140 타코마

판매

10달 사용한 더운물과 찬물 나오는 코웨이 정수기. $1,350짜리 $600에 sale 합니다. Mrs.YI ☎ 206-861-3567

렌트 레익우드 YMCA 근처에 위치한 리모델링 아파트 세놓습니다. 2 room, 1bath, 세탁기 완비. 오래거주하실 싱글가족. $985(유티포함) ☎ 253-583-4017

렌트 페더럴웨이 하우스 방 렌트합니다

813호

November 08, 2019

렌트

페드럴 웨이 지역 스킨케어 코너렌트 하실분 ☎ 206-861-2615

렌트

렌트

렌트

New

페더럴웨이 320가 부근 H마트 5분거리 화장실 딸린 안방 렌트. 인터넷, 가구완비. 학생환영 월 600불 ☎ 253-230-0685

하우스 렌트

페더럴웨이에서 양로원으로 리모델링한 아늑한 2층집 렌트합니다. ☎ 206-459-1848

렌트

바쁜 코너에 위치한 마켈자리, 마켈장비가 완비 되어 있어서 권리금 없이 물건만 채우고 영업할 수 있는 좋은 기회. 또는 최적의 데리야끼 장소 ☎ 206-383-7716

렌트

퓨알랍 중심가, 메르디안길 대형 노인 요양소 앞에 위치한 다용도 빌딩, 각종 의료원(치과, 한의원, 마사지, 변호사, 부동산, 사무실 등)과 단체 행사 모임 교회예배 장소 등에 최적. ☎ 206-383-7716 무빙세일

I-5와 167번 고속도로에서 가까워 교통이 편리하고 조용한 페더럴웨이에 위치한 집 방 하나 렌트하실 분을 찾습니다. 기본적으로 마루가 깔려 있는 집으로 큰 공용 거실이 있으며, 부엌사용이 가능합니다. 작은 방은 월 550달러, 중간 방은 월 650달러, 욕실 딸린 큰 방은 월 750달러이며, 큰 옷 방과 욕실이 딸린 매스터 베드룸은 월 1000달러입니다. 가격은 인터넷과 유틸리티 포함 금액입니다. ▲문의: 206)459-1848

퀸 침대셋, 밥상 테이블, 컴퓨터 테이블, 한국 전통가구 셋 / 병풍, 보료, 그림 액자, 예쁘게 키운 플랜트, 여행용 가방, 미싱, 작은 소파 등 연락처 Mr. Kim, 425-622-6028

렌트

렌트

페더럴웨이 깨끗하고 조용한 집, 독방 사용(가구 완비), 욕실, 발전기(Generator) Tune up 잘 되어있음. 6250/5000 WATTs 화장실 단독 사용, 월 $400(유틸리티 포함) ☎ 206-779-7000 120/230 VOLTS 겸용. $250 ☎ 253-880-7105

36

렌트

.공항픽업픽업.관광 .청소 .스팀카펫 ☎ 253-954-5851

방 렌트 S.W 켈리포니아 Ave Seattle지역 하우스 독 방 렌트 월 $800.00 ☎206)489-8443


판매 공, 기구는 소형 전기 모터 공구, gas engine, air gun, 잔디 깎는 기계 등입니다. 김창식 ☎ 253-507-2181, 253-927-6017

피아노 교사 구합니다 에버렛 피아노 학원에서 한국 유학생 피아노 교사 구합니다 ☎ 253-293-8121 Washington Choral 합창단 모집 2020 시즌 같이 활동하실 합창단 Member 를 모십니다. 기독교인 으로써 성악을 전공 하셨거나 오랜기간 합창단이나 성가대에서 활동하신분 또는 체계적으로 노래를 배우고 불러보기를 원하시는분. 벨뷰, 시애틀, 타코마, 훼드럴웨이, 레이시 지역 ☎ (360) 970 - 1963

악기 개인레슨 악기 개인 레슨 합니다. (장소: 페드럴웨이) 기타, 드럼 개인레슨 합니다. (성인/학생) 실용음악 전문, 학원 강사, 그룹사운드 지도등 다양한 경험자입니다. 이론부터 실기까지 책임지고 가르쳐 드립니다. (기타,드럼,하모니카 , 째즈 피아노,노래) 장소: 페드럴웨이 happy365sam@gmail.com ☎ 206-992-6253

수 피아노 개인 레슨 Piano 전공 (석사학위), 전 대학강사 (피아노 실기 지도 1992-1998), MTAC (캘리포니아 음악 교사 협의회)회원 (1998-2015), 현재 Music & Art 에서 Piano 지도 , 기초부터 전공까지. 매년 정기 연주회, 성인 환영, 509 SW 322nd st Federal Way

☎ 925-989-6382

영어회화 출장지도 한국말 할 수 있는 미국인 영어 교사 (Jphn Stecler) Auburn, Federal Way, Kent, Tacoma, Renton, Bellevue (사우스 지역만) ☎ 253-537-1738

Saxophone 레슨

학생들의 실력향상,어른들의 취미생활 퓨알럽,타코마 인근 지역 벨뷰,바텔 출장 레슨 가능 28년 연주 경력,15년 레슨 경력으로 기초부터 탄탄히 레슨 시애틀 노을 색소폰 밴드 단장및 지휘. 기초부터 실력을 쌓은후 밴드에 단원으로 입단 가능. ☎ 253-227-0977

한미스노미시노인희 빙고, 라인덴스, 요가, 장기, 바둑, 합창, 한국무용 탁구, 건강세미나, 점심을 제공합니다. 월요일, 금요일 모임이 있습니다. 23000 Lakeview Drive mountlake Tarrace WA 98034 ☎ 425-260-8460

조이플 선교합창단원 모집 *모집파트:소프라노,앨토,테너,베이스 *오전반, 오후 자유롭게 연습에 참가 가능 <오전 연습반> 매주 화요일 오전 10시-12시 장소:타코마 삼일교회 (권상길목사 시무) 7461 SO Verde ST Lakewood ,WA 98409

<오후 연습반> 매달 둘째, 넷째 목요일 저녁 7시-9시 장소:타코마 삼일교회 (권상길목사 시무) 7461 SO Verde ST Lakewood ,WA 98409 장현자 목사(253-223-7560), 박현실 지휘자(817-714-4781)

Luke's Gaming Shop

페더럴웨이 유스 심포니 단원 모집

Magic the Gathering tournaments Tue-Wed 6:30 PM at Luke's Gaming Shop. 9123 Evergreen Way, Everett, WA 98204 ☎ 425-353-6281

한국 순회 공연, 연중 3회 공연, 대상 12살~고등학생 까지 <오디션 후 발탁, 한국 순회 공연 합니다.> ☎ 425-647-3847

바이올린 개인지도

모집

바델, 벨뷰지역. 35년 경험지도. 기초부터 전공까지. 지도해드립니다. ☎ 206-854-0752

코웨이와 함께 할 RUNNERS 모집 합니다. 좋은 제품,최고의 브랜드회사 감동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코웨이와 2018년을 같이 달려보실 RUNNERS OF SEATTLE 를 모집합니다. 코웨이 시애틀 지점문의 ☎ 253-220-8005

플릇 레슨 합니다. 페더럴웨이 유스심포니 코치 기초부터 전공까지 어른들의 취미생활 플릇, 합주단 모집 ☎ 253-632-8928

스피드 리싸이클

버리기 아까운 쓰지 않고 보관중인 물건들이 짐이 되십니까? 휴대폰, 옷, 컴퓨터, 고장난 차, 메탈, 식당장비 외 모든 것. 지금 연락 주십시오. ☎ 253-736-5938 ☎ 425-224-3266

Vehicle Donation

차량 기부, 100%Tax Deductible 100% 세금 공제 가능 (Non profit organization) minivan,truck, car,-- Tacoma, Federal way, Puyallup, Call or Text message please ☎ (206)353-6161 John

독서학교 시애틀 금란교회 부설 한영 독서학교 영어 성경 공부반이 열립니다. 대상: 영어로 성경을 공부하기 원하시는 분, 영어로 복음을 전하기 원하시는 분 교재: 재미있는 마가복음 프린트물, 동영상 강사: Pastor Maria Kim, 수강료: 무료 시간: 2018년 8월 13일 부터 매주 월요일 오전 10시-12시 장소: 시애틀 금란교회 2920 South. 288th St. Federal way 98003 ☎ 253-886-6015, 818-321-2957

국악한마당 수강생 모집 서북미 지역에서 한국의 전통음악 보급에 앞장서고 있는 국악한마당에서 민요와 장고 수강생을 모집합니다. 관심이 있으신 분은 언제든지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수강일: 매주 화요일 오후 6시 30분, 토요일 오후 2시 ●장소: 1139 Browns Point Blvd NE Tacoma, WA 98422 ●문의: 253)205-9569

성경적 부모교실 강좌 많은 이론과 가치가 범람하는 이 시대에 주님의 진리에 따라 자녀를 양육하는 방법을 배우고, 지혜와 관계회복의 기쁨을 나누는 곳입니다. 하나님 은혜의 법으로 자녀를 양육하기 원하는 부모님과 사역자를 초대합니다. 기간: 9월 25일 – 11월 13일 (매 주 화요일, 8주 과정) 시간: 10시 – 12시 30분 문의: 퍼시픽 신학대학 가정상담 연구원 ☎ 425-697-6747

합창단 모집 JoyEl 21 - 우리는 매주 토요일 5시 30분 타코마 한인연합 장로교회에서 만나 주로 영어로 된 찬송가연습을 하며 한달에 2회 양로원에 외롭고 약한사람들을 위해 봉사를 하고 있습니다. 소수로 가족과같은 informal 한 가족과 같은분위기에서 즐거운 시간을 같이한 분들을 초대합니다. 또한 악보읽기도 배우기도 합니다. ☎ 206-363-2930 / 206-712-0149

탈춤 강습 국가 무형문화재 제 49호 송파 산대놀이 시애틀 지부 에서 전통 탈놀이 및 장구를 무료로 가르쳐 드립니다. 남녀노소 누구나 배우실 수 있습니다. 강사는 송파산대 놀이 이수자가 가르쳐 드립니다.

문의전화: ☎206)313-7696 일시: 매주 수요일 오후 7시30분~9시 30분 장소: Prestige Dance Studio 33639 9th Ave S, Federal Way WA 98003

과외 SAT I, II / PSAT /ACT IVY League, UC, UW, 진학전문 지도 (9~12학년) <University Place, Tacoma, Puyallup> ☎ 253-565-0111

이수진 음악교실 성악 피아노 개인지도, 이태리 밀라노 국립 음악원 졸업, 워싱턴주 음악협회 회장 역임, 이태리 베로나 국제 콩쿠르 수상, 오페라 및 콘서트 다수 출연, 성악 및 피아노 지도경력 30년 이상 ☎ 253-335-7533

모집

시애틀 신학 대학원 대학교 학생 모집 초교파적 정통 복음주의 신학교로 워싱턴주 정부에 등록된 학교입니다. 학위 프로그램: 평신도 성서대학, 신학사, 목회학석사, 신학석사, 목회학박사, 신학박사 현재 학기중이며 수시 입학 문의 상담합니다. Kenmore: 206 915 9064 Federal Way: 206 778 6596

벨뷰 볼륨댄스 동호회 시간: 매주 토요일 오후 3시 장소: Briora Dance studio 2260 회비:$40/4주 문의: 민수지 (206-227-5001)

슬롯머신 얼마나 알고 하십니까? 중독자는 건강을 해치면서도 약을 해야 하고 돈을 잃으면서도 게임을 해야 하는 사람입니다. 돈을 잃는 고수는 슬롯머신이 더 고수임을 무시합니다. 제대로 알고 즐겨야 돈도 따고 중독도 치유됩니다.

마인드스포츠 티칭프로: 206-458-9912

무빙세일 이태리 가죽쇼파세트, 식탁.의자6개 포함 (크기조절가능), Dell 19인치 LCD모니터, 공구 캐비넷트 거의 새 것 (craftsman 27 인치 5단서랍 로울러적색), 기타 주소: 머킬티오 ☎ (206) 306-5010

모집 앞으로의 미래를 꿈꾸는 학생들 중에서 헬스케어 분야 및 대학 교과 과정에 있는 분. 과목 : 유기화학 / 해부학 / 신경학, 장소 : 린우드 및 벨뷰, 시간 : 추후 조정 가능 인원 : 최소 5명 이상, 도움이 필요하거나 관심이 있으신 분은 (425) 224-6874번으로 '문자' 로 문의 바랍니다.

왁스작업

하드풀로어 크리닝 및 왁스작업 해드립니다. 모든 장소 타일.대리석 . 라미네이트. 비닐바닥..등 크리닝 .왁스작업 필요하신분 연락주세요. 불통시 문자 메시지 남겨주세요. ☎ 253-332-8476

Good News Credit buildup Personal Loan 신용점수를 올려드린 후, 융자해 드립니다. Credit Card Loan 포함. ☎ 323-578-7124

November 08, 2019

813 호

37


줄광고 $40/4회 박스광고 $80/4회

New

렌트 일식 경력 있으신 웨이츄레스 모십니다.

타코마근처 일본스시 테리야끼 가게 은퇴관계로 페드로 40년운영 점심 이나웨이 저녁 근무 가능 하시고 식당에서 파트타임 매매함. 오너케리 가능 세금보고 가능하시고 가능하신분. Shoe& Luggage영어 Repair 가게매매 그로서리(어번지역)에서 웨이츄레스 구함 지역: Lynnwood 대학생이나 웨이터 환영합니다. 초보자도 환영 리타이얼 관계로 매매 일하실 분을 찾습니다. 8만불 식당이 바쁜 관계로 오후 2시반 이후 간단한가격: 영어하면 됨 가격: 5만 9천 통화 가능합니다. / 지역: Fife (2시 이후 전화요망)

425-220-6310 253-363-7800 Food FoodHandling HandlingManager Manager ––YY&&JJEnterprise Enterprise/ / 지역 지역 Grill Hot HotIron IronMongolian Mongolian Grill Marysville MarysvilleWA. WA. Salary SalaryDOE. DOE. Chef Cheforor Managerial Managerialbackground. background. Teriyaki &&Oriental Sauces Teriyaki Oriental Sauces (425) 226-5060 (425) 226-5060 Contact Contact: : (253) (253) 797-3979 797-3979 youngsohlawandtax@gmail.com youngsohlawandtax@gmail.com

253-217-6118

(253) 880-7695 425)741-9733 253.886.4434 스킨케어 0명 맛사지사 0명 초보,경력자우대 근무지: 페더럴웨이 트레이닝: 벨뷰 본점

알버우드(Arbor Woods) 아파트 세탁기 포함, 저렴한 렌트! 한국 매니저가 친절히 도와 드립니다.

스킨케어 0명 맛사지사 0명 초보,경력자우대 근무지: 페더럴웨이 트레이닝: 벨뷰 본점

고급가구 무빙세일 합니다. 고급쇼파 3개, 다이닝테이블+의자8개. 그림액자4개, 프랜트4개, 기타가구류 오토맨2개, 책상, TV, TV 스텐드, 거울2개 커클랜드지역

253-661-0315 (206) 861-2615

(425) 941-9492

모집

하우스 렌트

- Teller : entry level/ bank experience preferred (Lynnwood, Federal Way, Bellevue Branch) 초보자 환영/경력자 우대 - IT Specialist: 1 or 2 years of IT / Network experience preferred (Lynnwood HQ) fluent in both English and Korean - 지원방법: 지원 분야를 명기한 영문 이력서를 이메일이나 Indeed.com을 통해서 제출 - 제출서: hr@unibankusa.com

2020 시즌 같이 활동하실 합창단 Member 를 모십니다. 기독교인 으로써 성악을 전공 하셨거나 오랜기간 합창단 이나 성가대에서 활동하신분 또는 체계적으로 노래를 배우고 불러보기를 원하시는분. 벨뷰, 시애틀, 타코마, 훼드럴웨이, 레이시 지역

페더럴웨이에서 양로원으로 리모델링한 아늑한 2층집 렌트합니다.

(425) 275-9700

(360) 970-1963

206-459-1848

유니뱅크에서 직원을 구합니다.

(206) 861-2615 시애틀 다운타운 드랍 & 옷수선 가게 월 - 금 (7:30-5:30) 15년 이상된 가게 방문 상담요함 렌트비: $1,005

(206)565-7337

 1. 2002 CADILLAC COUPDEVILLE       4 DOOR 39000 ORIGINAL MILES     ASKING $6,000 ONLY. 성업중인 일본식당, 일본식당, 2. 성업중인 일일평균매상$1800. $1800.   일일평균매상 FULL SIZE    KITCHEN WITH LIQUOR LICENSE     ASKING 259,000.       CONTACT 360 510 4871 TEXT ONLY

무빙 세일

발레교육의 교육의명문 명문 발레

얼드레이션 & 드랍샵 매매합니다. 가격문의, 타코마지역

• Twin size bed set $200 (동부지역 Haverty 제품) • Full size Mattress $100 • 1인용 평상 돌침대 $80

253.886.4434

• Small 콘설 $20 (봄비이 제품)

월 - 금, 오전 6시 - 오후 2시

신신백화점 타코마 매장에서 척추 주말 근무 린우드 가능한 벨뷰 벨뷰 린우드 의료원에서 마사지 (Cashier) 원합니다 캐쉬어 스튜디오 스튜디오 스튜디오 스튜디오

월 - 금, 오후 2시 - 오후 8시

테라피스트 구함

253-217-6115

(253) 581 8991

그로서리 구인

~773

(Haverty제품) • 3단 서랍장 $20 (아키아 제품) - Mrs. 유 -

[714] 319-1435

T.425)780-3935 T.425)780-3935

구 매

For Lease

• Coffee table $20

파트타임 / 풀타임 가능

급매물 가게 꽃타운 16만불 11문짝 그리고 5문짝 근처 Federal Way H-mart walking cooler. 900 sq, 1500sq, 2400sqft 1500sqft and 1RM. 아침for 전화 바람. 리스. Office or Retail E-VISA가능함. 사거리코너.

코웨이와 함께 할 RUNNERS 모집 합니다. 합니다. 좋은 제품,최고의 브랜드회사 좋은 제품,최고의 브랜드회사 감동의 서비스를 감동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같이 코웨이와 제공하는 코웨이와 2018년을 달려보실 2019년을OF 같이 달려보실 RUNNERS OF RUNNERS SEATTLE 를 모집합니다. 코웨이 시애틀를지점문의 SEATTLE 모집합니다.

성업중인 얼터레이션 상점을 찾습니다. 경험많고 유명 백화점에서 일한 경험 있음. 좋은 조건으로 인수하기를 원합니다.

360.336.3180 (206) 306-6841

253.220.8005 253.220.8005

(206)304-9433

코웨이와 함께 할 RUNNERS 모집

탁구장 개방 <Part time직원 구인> 업무 : 주말 부동산 Sign setup 근무시간 : 금요일 오후 7:00~11:00 - 4시간 일요일 오후 6:00~10:00 - 4시간 성실히 일해주실 분을 모십니다.

신신백화점 매장에서 주말 근무 가능한 캐쉬어(Cashier) 원합니다 파트타임 / 풀타임 가능

(206) 512-0959 38

813호

November 08, 2019

켄트에 위치한 자동차 바디샵에서 일 하실 분 구합니다. 유.무 경험자 환영

금란교회에서 탁구장을 단장하고 함께 운동하실 분들을 찾습니다

(253) 839-5193

언제: 매주 화, 목 6:00PM ~ 9:30PM

세탁소 매매 주인 은퇴 Queen Anne 지역

206.282.7395

7월 9일 오픈 장소: 2910 S 288th ST. Federal Way WA 98003 많은 분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253.335.7480 (문자요망)

식당 캐셔 구함 린우드 한아름마트 내 식당 서울 설렁탕 유무경험자 풀, 파크타임 시간주말가능

(410) 733-8864 경험있는 도넛 베이커 구합니다. Experienced Donut Baker

425.599.6637


줄광고 $40/4회 박스광고 $80/4회

New

렌트

스킨케어 0명 맛사지사 0명 초보,경력자우대 근무지: 페더럴웨이 트레이닝: 벨뷰 본점

일식 경력 있으신 웨이츄레스 모십니다. 타코마근처 일본스시 병원 오피스 룸 렌트합니다. 테리야끼 가게 은퇴관계로 페드로 40년운영 점심 이나웨이 저녁 근무 가능 하시고 식당에서 파트타임 매매함. 오너케리 가능 치과, 한의원, 보험사 등 사용하기 좋고 세금보고 가능하시고 가능하신분. Shoe& Luggage영어 Repair 가게매매 그로서리(어번지역)에서 웨이츄레스 구함 지역: Lynnwood 대학생이나 웨이터 환영합니다. 초보자도 환영 한인들에게 많이 알려진 리타이얼 관계로 매매 일하실 분을 찾습니다. 8만불 식당이 바쁜 관계로 오후 2시반 이후 간단한가격: 영어하면 됨 가격: 5만 9천/ 지역: Fife 린우드지역입니다 통화 가능합니다. (2시 이후 전화요망)

(425) 220-6310 253-363-7800

253-217-6118

(253) 880-7695 (425) 741-9733 253.886.4434

(206) 330-8954 (206) 861-2615

타코마 지역 테리야끼 식당에서 유경험자 그릴 쿡 팟타임 또는 풀타임 구합니다

(253)569-9584

바이올린 레슨 린우드에 새로Manager 오픈하는 Food Handling

– Y & J Enterprise / 지역 한국식당에서 모두 Modoo Hot Iron Mongolian Grill Marysville WA. 쿡헬퍼, 웨이터, 웨이츄레스, Salary DOE. Chef or Managerial background. 디시와시 구합니다. Teriyaki Sauces (425)& Oriental 226-5060 Contact : (206) 877-2359 리나김 (253) 797-3979 youngsohlawandtax@gmail.com

스킨케어 0명

그로서리 맛사지사가게 0명 풀타임, 파트타임 초보,경력자우대 근무지: 페더럴웨이 일하실분. 트레이닝: 타코마 지역벨뷰 본점

세탁소 카운터 파트타임 구합니다 South Everett 지역

(206) 861-2615 (425) 338-4426

(253) 320-6506

린우드 지역에 있는 세탁소에서 상의, 하의, 셔츠 프레스 하실 분 구합니다.

(425) 776-7444

RENTON 76 일하실 분, 경험자 우대

(253) 217-6118 (360) 431-8572(미세스강) 425-961-8222

       1. 2002 CADILLAC COUPDEVILLE       4 DOOR 39000 ORIGINAL MILES    ­ ASKING $6,000 ONLY. 2. 일본식당, 2. 성업중인 성업중인 일본식당, 일일평균매상 $1800.FULL € ‚ 일일평균매상 $1800. SIZE  ƒ „… ƒ„ †  KITCHEN WITH LIQUOR LICENSE   ‡  ASKING 259,000.

ƒ ƒ  ‡ˆ‰ ƒŠƒ­ CONTACT 360 510 4871 TEXT ONLY

무빙 세일 • Twin size bed set $200 (동부지역 Haverty 제품) • Full size Mattress $100 • 1인용 평상 돌침대 $80 • Small 콘설 $20 (봄비이 제품) • Coffee table $20

11월 중순부터 3세 남아 사마미시 레드먼드 이사콰 밸뷰 서울예고, 서울음대, 돌봐 주실 분 구합니다. 미시간대학교 대학원 졸업 월~금 오전 9시-5시 모든 레벨을 환영합니다. 페더럴웨이 지역

발레 교육의 명문 데리야끼 이사콰 코스코본사근처 fancy 한 18년유명가게. 무경험자도쉬운경영 no wok. 10개정도간단한 menu. 매가60만 일약3천 렌트5200

켄트에위치한 자동차 바디샵에서 일하실분 구합니다 유경험 무경험

신신백화점 매장에서 주말 근무 린우드 가능한 벨뷰 (Cashier) 원합니다 캐쉬어 스튜디오 스튜디오

425.444.0313

(253) 839-5193

(253) 581 8991

For Lease ~773

New

파트타임 / 풀타임 가능

T.425)780-3935

구 매

- Mrs. 유 -

 Federal Way H-mart 근처  900 sq, 1500sq, 2400sqft  for Office or Retail

코웨이와 함께 할 RUNNERS 모집 합니다. 좋은 제품,최고의 브랜드회사 감동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코웨이와 2018년을 같이 달려보실 RUNNERS OF SEATTLE 를 모집합니다. 코웨이 시애틀 지점문의

성업중인 얼터레이션 상점을 찾습니다. 경험많고 유명 백화점에서 일한 경험 있음. 좋은 조건으로 인수하기를 원합니다.

[714] 319-1435

(551)306-6841 227-6733 (206)

253.220.8005

(206)304-9433

(Haverty제품) • 3단 서랍장 $20 (아키아 제품)

탁구장 개방 <Part time직원 구인> 업무 : 주말 부동산 Sign setup 근무시간 : 금요일 오후 7:00~11:00 - 4시간 일요일 오후 6:00~10:00 - 4시간 성실히 일해주실 분을 모십니다.

(206) 512-0959

신신백화점 매장에서 주말 근무 가능한 캐쉬어(Cashier) 원합니다 파트타임 / 풀타임 가능

켄트에 위치한 자동차 바디샵에서 일 하실 분 구합니다. 유.무 경험자 환영

금란교회에서 탁구장을 단장하고 함께 운동하실 분들을 찾습니다

(253) 839-5193

언제: 매주 화, 목 6:00PM ~ 9:30PM

세탁소 매매 주인 은퇴 Queen Anne 지역

206.282.7395

7월 9일 오픈 장소: 2910 S 288th ST. Federal Way WA 98003 많은 분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253.335.7480 (문자요망)

식당 캐셔 구함 린우드 한아름마트 내 식당 서울 설렁탕 유무경험자 풀, 파크타임 시간주말가능

(410) 733-8864 경험있는 도넛 베이커 구합니다. Experienced Donut Baker

425.599.6637

November 08, 2019

813 호

39

Profile for mhankook7

813호 (2019-11-08)  

813호 (2019-11-08)  

Profile for mhankook7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