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e 1

가나안교회 성도님들께 한국에서 최근에 일어난 세월호의 아픔은 먼 이국 땅에 사는 저희들에게도 큰 아픔으로 다가옵 니다. 하나님의 위로가 우리 모두에게 있기를 기도합니다. 지난 1월 동부 자와 섬으로의 선교여행을 시작으로 현지 목회자 세미나 인도 등 바쁘게 계속된 사역으로 인해 이제야 선교 보고를 하게 되었습니다. 이번 선교편지는 특별히 주일예배를 통한 말 씀선포와 압디엘 신학교 강의 및 현지교회의 의료사역 그리고 6-8월간 행해질 미션 트립이 중심이 됩니다.

.

1. 주일설교의 은혜와 기도의 불길

2014년 1월부터 한 주도 거르지 않고 현지교회에서

말씀을 전할 수 있는 것은 진정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목사이기에 매 주일 설교하는 것이 당연하게 생각되시겠지만 교회의 담임목사도 아닌 선교사가 여러 현지교회에서 매주일 마다 설교하는 것은 흔하거나 쉬운 일은 아닙니다. 보통은 현 지 교회에서 설교를 요청해 옵니다. 다만 함께 동역하고 있는 이사 알마시(GIA) 교단에 속해 있는 교회들이 인도네시아 전역에 흩어져 있기에 그 교회들을 방문하는 것이 제게는 너무나 큰 은혜지 만 때로는 육신의 피로를 몰고 오기도 합니다. 금요일에 기차나 버스를 타고 먼 다른 도시로 가서 주일을 섬기거나 조금 가까운 곳이라도 예배 가 이른 아침, 즉 6시 예배인 곳은 토요일에 현지교회로 가서 잠을 자기도 합니다. 그렇게 찾아간 교회에서 설교를 한 후에는 모든 성도들에게 함께 무릎을 꿇고 기도하기를 강권합니다. 하나님께 간절히 기도함으로 한국교회가 부흥했듯이 인도네시아 교회도 하나님 앞에 무릎을 꿇고 기도함으 로 부흥의 불길이 타오르길 바라며 매 주마다 말씀을 전하고 각 교회들이 하나님의 은혜로 더 부 흥할 수 있고 또한 아픈 분들은 치유가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도할 때 성령의 충만한 역사가 일 어나는 것을 경험하게 됩니다. 이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요 가나안교회 성도님들의 중보기도의 힘이기에 늘 감사를 드립니다.

.

2. 압디엘 사역, 강의와 기독교교육 프로그램 인도네시아는 8월 새학기가 시작되기에 이달(5월)에는 2014년 2학기도 거의 마무리가 되어 가 고 있습니다. 이번학기에도 기독교교육 개론과 역사 그리고 선교학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기독교


교육에는 생각보다 큰 관심을 보이지 않는 현지 신학교에서 조금이라도 기독교 교육에 대한 관심 과 교재연구 및 인재양성을 위한 첫걸음으로 최근에 기독교교육 연구소를 꾸몄습니다. 아래 왼쪽의 사진입니다.

2013년에 압디엘 신학교가 장로회신학대학교와 MOU를 체결한 후 9월 29일(월)부터 10월 9일 까지 압디엘 교수와 학생 그리고 총회 기독교교육 관계자들 6명이 장신대와 총회본부에 가서 기독 교교육에 대한 강의를 듣기위해 한국을 잠시 방문할 계획입니다. 이사 알마시 교단은 아직까지 교 단차원에서 교사교육을 하거나 기독교교육공과 책을 발간한 적이 없으며, 모든 기독교교육은 개교 회가 알아서 진행하는 상황입니다. 그런데 한국과 마찬가지로 아이들이 세속화 되어지면서 약 20-30%의 자녀들만이 교회에 나오는 상황입니다. 그래서 이 부분을 해결하기 위해 압디엘 신학교 와 이사 알마시 총회가 한국교회의 기독교교육을 배우고 새롭게 교단차원에서 플랜을 세우기 위해 이번에 한국을 방문하기로 한 것입니다.

3. 렝꽁 버살 교회의 의료사역(작년에 가나안교회를 방문했었던 교회임) 인도네시아 교회가 점차적으로 변화되고 있습니다. 이사 알마시 교단의 렝꽁 버살교회에서 교회 에 있는 의사들과 청년들이 함께 미션 트립을 진행했습니다. 10시간 이상 운전해서 오지에 있는 현지 교회를 방문해 진료하고 약도 나누어주고, 아이들에게 이를 닦는 방법도 알려주고 더군다나 청년들은 여름성경학교를 진행하고 다른 쪽에서는 일대일로 말씀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저는 렝꽁 버살교회의 미션트립에 작년과 이번에 계속해서 함께 했는데 일 년에 몇 번씩 이 사역을 감당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렝꽁버살 교회 뿐만 아니라 많은 교회들이 이 사역에 동참을 하면서 무슬림이 강 성한 지역에 복음과 함께 의료와 봉사를 겸해서 사역을 감당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현지 교회들이 자체적으로 사역을 하면서 선교를 하기에 굉장히 고무적이라고 생각되며 앞으로 더욱더 많이 부흥 할 것으로 믿습니다. 특히 렝꽁버살 교회에서는 가나안교회의 의료선교회에서 인도네시아를 방문해 함께 봉사하길 기 다리고 있습니다. 인도네시아 렝꽁버살 교회의 의료팀과 가나안교회의 의료팀이 함께 현지교회를 순회하면서 진료사역을 통해 복음을 전할 수 있게 되길 간절한 마음으로 기다리고 있습니다. 또한 캄보디아의 강재명 선교사 가정이 방문해서 렝꽁 버살교회의 의료사역을 보고 갔는데 현지 교회가 이렇게 사역을 한다는 그 자체에 많은 감명을 받고 캄보디아로 돌아갔습니다.


또한 이사알마시 교단 자체적으로 인도네시아 안에서의 선교 방향에 대해 세미나를 진행했고 10월에는 이사 알마시 교단의 70여년의 역사 속에서 처음으로 세계선교에 대한 세미나를 진행합니 다. 이처럼 신선한 은혜의 바람이 인도네시아 현지 교회안에 불고 있다는 것은 하나님의 은혜이며, 앞으로 선교사의 선교방향은 주도적인 역할에서 현지교회를 돕는 조력자의 역할로 바뀌어가고 있 습니다. 인도네시아 선교사역을 하면서 최대한 현지인 지도자들을 돕고자 노력했던 일들이 조금씩 현지인들에 의해 열매를 맺게 되니 하나님께 감사할 뿐입니다.

4. 여름 미션트립 2014년 여름에 3교회에서 미션 트립을 옵니다. 3년 연속 방문하는 캐나다의 한우리 교회와 명 성비전교회 그리고 몇 년 만에 다시금 방문하는 오류동 동산교회의 미션 트립 팀입니다. 이번에도 모든 팀들이 한국보다 2배나 더 큰 자와(JAWA) 섬 전체를 순회하면서 부흥집회 사역을 감당합니 다. 제가 매 주일 말씀을 전하면서 함께 은혜를 나눈 교회들이 한국에서 잘 훈련된 청년들과의 예 배를 통해 더 큰 은혜를 사모하기에 항상 집회 사역은 은혜로 넘쳐나게 됩니다. 이번 2014년도에 는 준비하는 과정 속에서 예상치 못한 어려움이 있었지만 더 큰 은혜가 넘치게 될 것을 믿으며 이 사역으로 인해 1907년에 있었던 부흥의 역사가 인도네시아에도 나타나게 되길 기도합니다.

<기도 요청> 1. 인도네시아 땅에 무릎꿇는 그리스도인으로 인해 성령의 역사가 더 충만하게

일어날 수 있도

록 기도 부탁드립니다. 2. 2014-2015 1학기 수업부터 기독교 아동교육 수업을 맡게 된 김미경선교사를 위해서 3. 9월 29일(월)부터 10월 9일까지 있을 장신대 방문을 통해 기독교 교육과 관련되어 많은 것을 배우고 또 현지에 잘 적용시킬 수 있도록 그리고 11일간의 여정에 필요한 재정적인 부분이 잘 채 워질 수 있도록 기도해주시기 바랍니다. 4. 현지교회들의 국내 선교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5. 6월 4일부터 시작해서 8월 14일까지 진행되는 여름 미션트립을 통해 팀원들이 하나님의 은 혜와 역사를 경험할 수 있도록, 또한 이사 알마시 교단의 교회들이 함께 기도하며 성령의 충만함을 경험할 수 있도록 기도해주시기 바랍니다.

윤재남 선교사 선교편지  

윤재남 선교사 편지

Read more
Read more
Similar to
Popular now
Just for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