__MAIN_TEXT__
feature-image

Page 1

Grinding Project

KIM JONGKU


Introduction Grinding Project - Tool and Weapon Grinding project will be implemented largely in two processes. The first work is called ‘Tool Grinding’ which will be conducted in the artist’s space and the second work is called ‘Tank Grinding’ which will be performed at a war zone. The commonality of a tool and a weapon is that they both are composed of very solid ‘steel’. With the introduction of civilization, human beings have caused two major incidents that are making ‘a tool’ and ‘a weapon’. A tool with useful and positive implication for human and a weapon as a negative instrument for human desire have been developed likewise and they still continue.

Grinding Project - 도구와 무기 그라인딩 프로젝트는 크게 두 가지 축으로 진행된다. 작가 자신의 공간에서 진행되는 ‘도구 깎기’프로젝트와 전쟁의 현장에서 진행되는 ‘탱크 갈아내기’ 프로젝트이다. 도구와 무기의 공통점은 단단한 물질, ‘철’이라는 기본적 소재로 이루어져 있다는 것이다. 인간은 문명의 시작과 함께 ‘도구’를 만드는 것과 ‘무기’를 제작하는 것, 크게 두 가지 사건을 일으켰다. 도구는 인간에게 유익한 긍정의 도구로, 무기는 인간의 욕심으로 인한 부정의 무기로 진행되었고 지금도 진행형이다. The working process for the first year is grinding ‘a round cylindrical shape steel rod’ (Diameter: 200mm, Length: 1700mm, Weight: 660 kg) and finding a hidden tool of a ‘shovel’ within it for about 350 days. The preparation for this project requires four elements. And the project will be progressed as building a soundproof room, producing a special suit which is air receivable, installing real time broadcasting web camera (transmit steel grinding process), and creating documentations (records, photographs, videos, etc.). -Sound proof room construction -Manufacture of custom work suit and equipment to supply oxygen to the performer -Real time Internet video broadcast -Video, photo and document production


Grinding Project Plan and Schedule

Determination of Site

Construction of the Sound Proof Space Manufacture of Special Work Suit

120days

Internet Webpage Production Sound Proof Space On-Site Installation

470days

Steel Rod Transport (660 kg)

Steel Rod Grinding – 110 days / 4 hours per day = 440 hours Mid Term Opening Steel Rod Grinding – 110 days / 4 hours per day = 440 hours Completion of Spade -like Sculpture, 640 kg of steel powder

Steel Powder Calligraphy

Mobile Landscape Exhibition

350days


Grinding Project Process

*Sound Proof Space Construction

Internet Real Time Screening

*Special Grinding Work Suit Manufacture

Grinding

Document,

STEEL ROD

Video, Photos

Steel Powder

Spade -like Sculpture

Steel Powder Calligraphy

Landscape *Sound Proof Space Construction: In cooperation with architect and building contractor *Special Grinding Work Suit Manufacture: In cooperation with fashion designer


The Grinding Process The act of grinding the steel rod is accomplished with a composite disc causing friction with the steel. The blade spins at a consistent speed so it is easy to measure the amount of steel powder created over any given time. A specially designed work suit supplies oxygen to the worker inside the sound proof room. The moment the artist enters this space, he becomes ensconced in this environment where the noise is deafening and grinding is the primary act. Because of this harsh environment and the constant repetition of the act, the artist is unencumbered by formal reason and enters a meditative state. It is a transcendental return to a more pure state of being.

깎는 행위 강철의 통 쇠는 그라인더(Grinder) 기계에 의해 깎여진다. 숯돌날로 만들어진 그라인더의 디스크 날은 일정한 빠르기의 회전을 가하여 쇠에 마찰을 일으키면서 통 쇠로부터 쇳가루를 갈아낸다. 산소를 공급받는 특수 작업복을 착용하고 쇠를 깎는 작업 공간 속으로 들어 가는 순간, 행위자는 거의 무아지경 상태가 되어 오직 깎는 일에만 몰두하며, 인간이 만들어낸 이성적, 형식적 사고나 개념 들에서 벗어나 순수한 행위자가 된다. 이는 인간본연의 심상으로의 순응자세이다.


Grinding

Grinding


A Project of Resistance The resistance in the project does not involve the challenge to any typical force of oppression but is one of dedication to the self imposed challenge of the physical act of grinding steel. Steel has been the backbone of the modern development of warfare and commercial development. Mankind’s constant desire for progress has led to a vertical system of thinking with its consequent hierarchies. The artist’s act of methodically and persistently grinding down the large steel rod is a meditative act of self-reflection to liberate oneself from this vertical modern system.

강함에 대한 순진한 저항이자 도전이다. 저항의 도전은 상대적 폭력으로써의 저항이 아닌, 스스로의 육체적 노동행위의 자기헌신이다. 철은 여러 다른 물질과 달리 인간문명에 직간접적으로 막대한 영향을 주워 왔다. 철의 도구 이후, 인간에게는 보다 적극적인 전쟁과 그에 파생되는 힘의 주도권으로 지금의 인류역사를 만들어 왔다. 한 인간의 욕망에 도구(무기?)가 주워 졌고 그것이 ‘철’이었다. 인간들은 끝없이 앞으로만 달리고, 높이 올라가려고 하는 수직적 질서(사고)를 만들어 왔다. 통쇠를 깎는 행위는 작금의 시대성을 반추하는 자그만 한 인간의 온전한 저항이며, 인간의 형식적 관념의 태도에서 벗어나 보다 근원의 물음을 던지는 것이다.


Grinding Space


The Sound Proof Space The specially designed room is completely sound proof. There is a concave glass window through which the viewer may observe the activity inside the room. Due to the concave nature of the glass, however, the subject inside the room appear much smaller than actual. The process of grinding the steel creates flames, sparks and fierce sounds – a violent environment that is in complete contrast to the serenity outside of the sound proof space. The double walls that separate the space between the actual performance and the viewing area alludes to the condition of co-existence of different worlds; the here and there. One’s “normal” concept of civilization is assaulted by the fierceness of what happens in the room.

방음 방-Sound Proofing Space 통쇠를 갈아내는 공간은 존재론적 의미를 부여하는 장치를 구가하게 된다. 이 공간은 방음공간이다. 밖에서 볼 때 안으로 갈수록 작게 보이는 사다리꼴의 창(오목유리 설치)이 바로 그것이다.

안에서는 통쇠를 갈고 깎는 치열한 전장의 공간이다. 불꽃과 파열음이 난무하는 어지러운 격전의 매 순간을 이 공간 밖에서 바라보는 관객은 고요하게만 느낀다. 너무나 강렬한 순간이 언뜻 보기에 고요하게 느껴지기 때문에 관객은 초현실적인 어지러움을 느끼게 된다. 우리가 응당 당연하게만 생각하는 현존의 문명개념의 무감각에 타격을 가해 철의 결과물인 현재의 문명개념의 본질을 일깨우는 시련의 장이 바로 이 존재론적 공간이다.


Sound Proofing Space


C.C Camera

Horizontal View Eye – C.C Camera The CC camera is installed on the floor to capture the horizontal view of an infinite and sublime landscape projecting out to the horizon. 풍경의 눈-CC 카메라 바닥에 설치되는 CC 카메라는 통쇠로 부터 깎여져 바닥에 가라앉는 쇳가루의 수평적 이미지 ‘풍경’을 잡아내는 제 3의 눈 역할이다.


2015 Grinding Project at Booam Grinding House


‘Tool Grinding’ The ‘Tool Grinding’ will be performed at the Grinding House in Buamdong, Seoul.

The Grinding House is a private house of the artist named as such for the Hwanki Museum Buamdong Project in 2012. The ‘Tool Grinding’ (shovel, pickax, and pitchfork) is to be continued for about three years. The working process for the first year is grinding ‘a round cylindrical shape steel rod’ (Diameter: 200mm, Length: 1700mm, Weight: 660 kg) and finding a hidden tool of a ‘shovel’ within it for about 350 days. The preparation for this project requires three elements. And the project will be progressed as building a soundproof room, producing a special suit which is air receivable, installing real time broadcasting web camera (transmit steel grinding process), and creating documentations (records, photographs, videos, etc.). As conducted not in a public space but in the artist’s private space of daily life, this ‘Tool Grinding Project’ demonstrates a sense of self-mockery. Developed upon the civilization of human, the tools like a shovel, pickax, pitchfork, etc are constructive devices used to assist activities of maintaining lives. The outcome from this 350-day long journey of grinding ‘a round cylindrical shape steel rod’ will be a shovel of 20 kg and a pile of steel powder weighing 620kg from the same source. Exhibited in different context as stored in a container type glass box detached from the soundproof room, the shovel and steel powder will question relative values.

‘도구 깎기’ ‘도구 깎기’는 서울 소재 부암동 그라인딩 하우스에서 이루어진다. 부암동 그라인딩 하우스는 작가가 살고 있는 개인의 집을 2012년 환기미술관 부암동 프로젝트에서 ‘그라인딩 하우스’로 명명하면서 시작되었다. 그곳에서의 ‘도구 깎기’ (삽, 곡괭이, 쇠스랑)는 약 3년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첫 해에 진행될 작업은 약 350일 동안 ‘둥근 원기둥 형태의 통쇠’ (지름 200mm, 길이 1700mm, 중량 660kg) 로부터 그 안에 숨겨진 도구 ‘삽’의 형태를 찾아가며 주변을 깎는 일이다. ‘도구 깎기 프로젝트’를 위한 준비 작업은 크게 3가지의 작업을 필요로 한다. 방음 방 제작, 산소를 공급받는 특수복 제작, 실시간 웹방송 설비 제작(쇠를 깎는 진행 전송), 다큐멘트 제작(기록, 사진, 동영상 등) 으로 진행될 것이다. 공공의 장소가 아닌 작가가 살고 있는 삶의 공간에서 이루어지는 ‘도구 깎기 프로젝트’는 다분히 작가의 자조적 성격을 띠고 있다. 인간의 문명의 시작과 함께 만들어지는 삽, 곡괭이, 쇠스랑 등은 생명을 유지하기 위한 긍정적 도구들인 것이다. ‘둥근 원기둥 형태의 통쇠’를 깎는 약 350일 긴 여정의 행위 결과는 약 20kg의 한 자루 삽과 그것으로부터 분리된 약 620kg의 쇳가루더미로 보여진다. 삽과 쇳가루는 방음 방에서 분리되는 컨테이너형 유리박스에 담겨져 다른 공간으로 이동하여 전시되며 상대적 가치들의 물음을 던질 것이다.


Process Spade shape


Booam / 부암 Grinding House Underground


Booam / 부암 Grinding House Underground


Booam / 부암 Grinding House Underground


On the Steel Spade Sculpture The steel spade sculpture is a result of the long grinding process. The spade has been used by mankind as a productive tool of labor. As such, the resulting object is not a work to be considered fine art. The creation of this tool is also not a one-time event but rather a part of an ongoing project. It takes approximately one year to complete the spade, the same process will result in other tools such as a pick axe and three-pronged spear etc.

삽 조각 Grinding Project의 삽 조각은 최소 1년여 준비 끝에 나오는 결과물이다. 장시간의 단순히 깎는 행위만을 통해, 약660kg의 통쇠에서 깎여지는 ‘삽’ 조각 彫刻은 인간의 이성적인 틀 속에서 만들어지는 미적인 조각품이라기 보다는, 인간의 문명적 도구, 즉 순수한 인간의 생산적 노동도구이기를 행위자는 바라는 것이다. 본 프로젝트는 일회성의 이벤트적 퍼포먼스가 아닌, 약 1년 단위 조각 彫刻 ‘삽’, ‘곡괭이’, 삼지창, 등 깎는 지속적으로 계획되는 프로젝트이다.


The outcome from this 350-day long journey of grinding ‘a round cylindrical shape steel rod’ will be a shovel of 20 kg and a pile of steel powder weighing 620kg from the same source. Exhibited in different context as stored in a container type glass box detached from the soundproof room, the shovel and steel powder will question relative values.


Glass box detached from the soundproof room, Shovel and Steel Powder


Steel Powder Calligraphy The steel powder resulting from the grinding process is burnt to black and serves as the material for calligraphy and drawings. There is a complete transformation of the steel from a purely industrial product (the steel rod) to a more metaphysical or philosophical product used to engage in calligraphy. In traditional calligraphy, the ink (Muk) needs to be ground in preparation for it use. This repetition of grinding the ink is a simple one but an integral part of the ritual. How the ink is ground plays a large role in the quality of the calligraphy. This ritual is analogous to the steel grinding process. While the grinding may appear boring or time consuming it is a positive ritual that is absolutely necessary to engage successfully in this calligraphy.

쇳가루와 서예 본래의 철강은 빛을 발하는 밝은색의 물질이다. 깎여진 쇳가루는 그라인더의 마찰 열에 의해 타버린 검정의 색으로, 서예의 먹의 재료와 일맥을 같이한다. 서예를 하기 위해 먹을 간다고 한다. 이는 단순한 행위의 반복이며, 서예의 가치적 행위를 위한 육체적 노동의 순응이다. 통쇠는 현대 산업 사회의 공업적 산물이라면, 쇳가루가 서예로써 탈 물질화 됨은 정신적 산물인 것이다.


Steel Powder Calligraphy 2006


The Transcendent Landscape The act of grinding manifests itself into a fine steel powder that sinks to the floor. The powder accumulates to create a new and endless horizontal landscape. This unique landscape is captured by the lens of the camera focused to the infinite horizon. The result is a surreal horizontal space and final culmination from the vertical. While the vertical world represents the relationship between civilizations, the hierarchies of men and the discrimination that follows, the horizontal world created by this project possesses the opposite characteristics. The vision created is one of peace and tranquility.

풍경- Landscape 통쇠는 단단한 결합체 철강鐵鋼이다. 강함에 대한 저항의 행위는 미세한 쇳가루로 바닥에 가라앉으며 더 이상의 인간행위들을 멈추고, 수평의 끝없는 풍경 속으로 새로운 움직임을 연다. 풍경은 시선을 멀리 두어 끝을 가늠할 수 없게 만든다. 이 풍경은 현실적 상상력을 뛰어넘는 수평적 바램의 공간이다. 곧 수직적 세계에서 수평의 세계로의 변환이다. 문명과 힘의 역학관계, 인간의 서열과 차별과 같은 수직적 세계이며 풍경은 수직적 세계의 반성적 결과이다. 숭고한 자연세계를 상징하는 풍경은 수직적 세계를 뛰어넘고 모든 가치를 포용하는 수평적 질서이다.


Steel Powder Landscape


Tank Grinding


‘Tank Grinding’ The second part of this grinding project is ‘Tank Grinding’. ‘Tank Grinding’ will be performed in a troubled conflicting area where the war continues. It is not too much to say that human world is in the history of constant war that never ends. The wars still breakout now all around the world. Especially, the war in the Middle Eastern regions occurs in a remote desert area rather than in civilian residences. The significance of ‘Tank Grinding’ is in grinding bombed tanks on site in an isolated desert area of war zone. A large structure covering that broken tank will be established first in the vast desert field and then the tank will be grinded into the dust inside the structure by human hands using a grinder.

Grinding monstrous and solid structure is to represent the transformation of the verticality of the structure into the horizontality of powder. In the name of the development of civilization, people were always vertical-oriented moving only forward. In this sense, the ‘Tank Grinding’ is an attempt to create new horizontal lines in the already complicated contemporary human world, unveiling the ‘landscape’ which is an inherent nature of a human being.

‘탱크 갈아내기’ 그라인딩의 프로젝트의 두 번째 진행은 ‘탱크 갈아내기’ 프로젝트이다. ‘탱크 갈아내기’는 현재 전쟁이 진행되고 있는 분쟁지역에서 이루어진다. 인간 세상은 끊임없는 전쟁의 역사 속에 있다하여도 과언은 아니다. 지금도 전쟁은 세계 곳곳에서 아직도 일어나고 있다. 특히, 중동지역에서의 전쟁은 민간인이 살고 있는 곳보다 외진 곳 사막에서 많이 일어나고 있다. ‘탱크 갈아내기 프로젝트’는 전쟁 중에 포격을 맞은 고장 난 탱크들을 전쟁터의 외진 사막, 그곳 현장에서 갈아내는 것을 중시하는 현장 프로젝트이다. 드넓은 사막 가운데 고장 난 탱크를 중심으로 구조물을 만들어 덮고, 그 내부 공간에서 핸드그라인더로, 사람의 손으로 갈아서 가루로 만드는 것이다. 단단한 구조물로 구성된 괴물과 같은 ‘탱크 갈아내기’는 구조물의 수직성으로부터 가루의 수평성의 의미를 표현하는 것이다. 사람들은 문명의 발전이라는 미명아래 끊임없는 수직지향의 일방을 추구하였다. 이에, ‘탱크 갈아내기’는 복잡해진 현대의 인간 세상에 새로운 지평의 수평선을 만드는 것으로, 인간 본연에 내재된 것, ‘풍경’을 들추어내는 것이다.


Tank Grinding Tank Grinding


구연상(숙명여대 교수/철학 박사) Yeon-sang Ku (Sookmyung Women’s University/ Philosophy, Ph. D.) Jongku Kim shows that sculpture is like two ways diverged from one. One is through whittling and carving, which forms “good side of civilization” like a shovel and a pickax. The other is the way of purification which turns “distorted figures of civilization” back to their purest state through grinding. The way of whittling: With an oxygen tank on his back and a grinder on his hand, he enters in a soundproof chamber to start “a labor of toil and moil” of whittling a gigantic metal that weighs 660kg. This whittling shapes a 20-kilogram shovel and leave 640-kilogram dust of iron. The shovel becomes the symbol of agriculture and construction; the metal dust becomes a material for writing a confession of an artist about human history. In sculpture, whittling embodies “the way of formation”, in which human being cultivates “creative civilization” from nature. The way of grinding: He planned to grind off an abandoned tank in a desert battlefield. This way of grinding is like executing of “distorted figures” of “corrupt civilization”. Grinding becomes reversing the wrong history so far. “Anti-figures” like war weapons are turned back to the inception (metal dust) through the grinding of the artist. Grinding is an “artistic conviction” against anti -figures, as well as “new beginning” for retrieving the essence of figures.

김종구는 조각의 길이 두 갈래로 난 길임을 보여주고 있다. 하나는 깎음과 새김을 통해 삽과 곡괭이와 같은 “문명의 착한 모 습”을 빚는 길이고, 다른 하나는 갈음을 통해 “일그러진 문명의 형태들”을 그것들의 가장 순수한 상태로 되돌리는 정화(淨化 )의 길이다. 깎음의 길 그는 산소탱크를 메고 그라인더를 들고 홀로 방음 방 속으로 들어가 통 쇠 660kg을 깎는 “피 땀 어린 노동”을 벌인다. 이 깎 음의 길을 통해 20kg짜리 삽 한 자루가 빚어지고, 640kg의 쇳가루가 남겨진다. 삽은 농업과 건설의 상징이 되고, 쇳가루는 인류 역사에 대한 예술가의 고백을 적기 위한 재료가 된다. 깎음 으로서의 조각은 인류가 자연 상태로부터 “창조적 문명”을 일궈내는 “형성의 길”을 형상화한다. 갈음의 길 그는 사막의 한 전쟁터에 버려진 탱크 한 대를 완전히 갈아 없앨 계획을 세웠다. 이 갈음의 길은 “타락한 문명”의 “일그러진 형태들”을 처형하는 작업과 같다. 갈음은 이제까지의 잘못된 역사를 전복하는 일(뒤집어 엎기)이 된다. 전쟁 무기와 같은 “ 반(反) 형태들”은 예술가의 갈음을 통해 모든 형태들의 시원(쇳가루)에로 되돌려진다. 갈음은 반 형태들에 대한 “예술적” 단 죄이자 형태의 본질을 되찾기 위한 “새로운 시작”이다. 2014.09.


With the support of the Korean Ministry of Culture and Tourism and P.S.-1 Contemporary Art Center(MOMA) in New York, this project started on April 3, 2003 at the P.S.-1 International Studio and was scheduled for completion on August 27, 2003 after a total of two hundred and forty days. A sudden accident resulted in the interruption of the project while in progress.


2015 Grinding Project

Profile for 김영민

2015 grinding project  

2015 grinding project  

Profile for 2871472
Advertisement

Recommendations could not be loaded

Recommendations could not be loaded

Recommendations could not be loaded

Recommendations could not be loa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