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u on Google+

제1회 RUPP 한국어 말하기 대회 참가 신청서 성명 (성 별)

연락처 TOPIK 급수

한글 표기: 멘 완니

소속

( 비장학 )

3 학년

영문 표기: Men Vanny

전화번호:096 426 8207

(

1997.01.26

생년월일

(남)

E-mail : vannymen12@gmail.com

한국어 학습년수

2 )급

한국에 체류한 경험이 있습니까?

( 3 )년 아니오

안녕하세요 ! 저는 왕립프놈펜대학교 한국어학과 3학년 멘 완나라고 합니다. 저는 1학년 때부터 바라는 것이 하나 있는데 그것은 무대에 서서 발표해 보는 것입니

프로필

다.그리고 많은 경험을 해서 다른 학생들에게 저의 꿈과 희망을 나누고 싶습니다.그

(간단한

래서 이번 말하기 대회에 참가하게 되었습니다.또 저의 발표를 통해 우리 한국어 학

자기소개) 과가 더욱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발표제목 지원부문

나의 꿈과 미래 ( 중급 부문 )

상기인은「제1회 RUPP 한국어 말하기 대회」에 참가하고자 위와 같이 신청서를 제출합니다.

2017.02.16 신청인 성명 :멘 완니 (서명)

RUPP 한국어학과장 귀하


※ 첨부서류 : 발표원고

제1회 RUPP 한국어 말하기 대회 한국어 원고 참가자명 제목:

멘 완니

소속

비장학 ( 3 ) 학년

나의 꿈과 미래

안녕하세요! 저는 왕립프놈펜대학교 한국어학과 3학년에 재학 중인 멘 완니라고 합니다.지금부터 “나의 꿈”이라는 주제로 발표하고자 합니다. 과연 제가 무슨 꿈을 갖고 이 자리에 서있을 까’하는 생각을 가지고 잘 들어주셨으면 감사하겠습니다. 여러분 “꿈이란 무엇인가요?” 좀 추상적인 의미겠지요? 보통 저와 같은 젊은 학생들 에게 꿈이라고 하면 의사 , 교사 , 연예인 , 정치인 등 엄청 다양합니다.마찬가로 저도 역시 꿈이 있습니다. 그것은 모두에게 별로 인기가 없고 힘들다고 알려진 직업입니다. 제 꿈은 바로 교사입니다.제가 이 꿈을 가지게 된 계기가 무엇인지 설명 드리려면 조금 과거로 돌아 가 봐야 하는데요. 저는 어렸을 때 부모님으로부터 열심히 공부하고 꿈을 가지라는 잔소리 를 많이 들었습니다. 고등학생이 되었을 때 부모님께서 또 다시 그런 말씀을 하셨는데 역시 잔소리로 여겼습니다. 그런데 그 때 저는 잠시 제 자신에 대한 생각을 좀 하게 되었습니다.’ 사람이란 스스로 정한 목표가 있어야 되는거 아니야?, 도대체 내 꿈이 무엇일까?’ 라는 생 각이 들었습니다. 고등학교 3학년에 올라와서 새로운 선생님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그 중에 제가 제일 좋아하는 선생님이계셨습니다.그 선생님은 수학을 담당하셨습나다.저는 원래 수학을 좋아 하지도 않고 잘하지도 않았습나다.그런데 그 선생님 덕분에 제가 수학을 즐겨 공부하게 되 었습니다. 그 선생님께서는 정말 마음이 착하시고 예쁘셨습니다. 저는 ‘선생님’이라고 부르 기보다는 거의 ‘언머니’라고 불렀습니다.그 선생님께서는 많은 학생들에게 교육을 잘 시켜 주시고 주변 사람들에게 존경과 사랑을 받으셨습니다.그래서 그 선생님의 모습을 본 받아 저도 그 선생님처럼 교사가 되고 싶었습니다.제가 수능 시험을 볼 때 저희 지방에서 모두 650명쯤 시험을 봤는데 그 중에 68명만 합격했습니다. 그 합격한 학생들 중에서 저도 한 사 람이 될 수 있었습니다. 저는 제 스스로한테 얼마나 자랑스러웠는지 교사가 되고 싶다는 마 음이 더욱 강해졌습니다.그래서 그 때부터 제가 꿈꾸는 직업은 교사라고 제 가슴 속에 담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여러분도 알고 계시겠지만 교사가 되는 길은 그리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교 사는 힘든 일입니다. 여러분들은 ‘ 학생이 공부를 잘하는 것은 가족 유전자 덕분이고 학생이 공부를 못하는 것은 선생님 때문이다’라는 말을 흔히 부모님들께 들을 수 있었을 겁니다. 대 부분의 캄보디아 사람들은 자신의 아이가 공부를 잘하는 것은 자신을 닮아 똑똑해서이고 공 부를 못하는 것은 선생님이 잘 가르치지 못한 탓이라고 생각하다니 이 얼마나 교사에게 마 음 아픈 말입니까? 스승을 존경해서 스승의 그림자조차 밟지 않는다는 한국과는 아주 다르 지요. 하지만 그래도 교사라는 직업은 제 꿈이니 만큼 소중한 가치가 있습니다. 우리 나라 를 위한 미래의 인재를 키울 수 있으니 이야말로 행복한 일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마지막으로 이 자리에서 여러분들에게 몇 개의 메시지를 전하고 싶은데요. 여러 분이 가진 꿈을 포기하지 마세요. 여러분이 좋아하는 일을 즐기면서 주변 사람들에게 사 랑을 많이 주면 그 사람들한테 많은 사랑 받을 수 있다고 저는 믿습니다. 저의 꿈이 현실 이 되려면 아직 멀었지만 저는 결코 멈추지 않고 제 꿈을 향하여 천천히 그러나 최선을 다 해 노력해 갈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나의 꿈과 미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