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e 1

국회 삼척 진상조사단 구성을 촉구한다 2012. 6. 28. 탈핵법률가모임 해바라기 변호사 김 영 희


삼척 근덕(덕산)원전 건설 백지화 투쟁 일지 • • • • • • • • • • • •

82. 1. 8. 동력자원부에서 덕산원전건설 계획 발표 91. 3. 2. 동자부에 건의문 발송 91. 7. 5. 대통령, 동자부에 진정서 발송(근덕면관내 38개리 1,973명 서명 날인) 91. 8. 2. 덕산 원전반대 대책위원회 발족(지역인사200명, 사회단체장 85명으로 구성) 93. 8. 20. 근덕면38개리장 및 사회단체장 사표 제출 93. 8. 29. 근덕면민 총궐기 대회 개최(근덕초교 운동장 7,000여명) 93. 11. 27. 삼척시.군 범시민궐기대회 개최(삼척고 운동장) 94. 4. 14. 그린피스 레인보우 와리어호 삼척항 입항, 환경연합, 그린피스, 삼척시 군민 총궐기 대회 개최(삼척항 동양 시멘트 부두) 95. 5. 11. 원전결사반대 범시민 궐기대회 개최(삼척시청앞 광장 5,000여명 참석) 98. 8. 21. 상경투쟁(국회 및 한전본사 방문) 98. 12. 7. 전남 해남, 삼척 근덕 연대 결의 대회 개최(광화문) 98. 12. 30. 산자부 근덕원전건설 후보 예정지 해제 발표


삼척 원덕 방폐장 건설 반대 투쟁 일지 2004년 •

8. 20. 핵폐기물 반대하는 뜻있는 사람들 첫 모임

8. 25. 삼척시장 면담

8. 26. 삼척시핵폐기물 처분장 반투위 결성키로 함

8. 30. 삼척시핵폐기물처분장반대투쟁위원회 출범(유림회관 130여명)

9. 6. 삼척시청 방문 시장 공개 면담(대회의실, 400여명)

9. 12. 유치신청 반대집회 개최(시청앞 광장, 700여명)

9. 15. 핵폐기장신청 의회 상정 저지투쟁:상정못함

2005년 •

3. 2. 방폐장특별법 국회통과

7월 원덕읍 이천주민들 지질 조사 저지 투쟁(19박20일간)

8. 30. 삼척시의회 유치 동의안 부결을 위한 집회 개최(시청별관 광장,1000여명) : 부 결됨


원전백지화기념탑 사진 1


원전백지화기념탑 사진2


삼척시장의 원천유치신청시 주민투표 약속 2008년말 정부와 한수원이 원자력발전소 12기를 신설하겠다고 발표하자 삼척시장은 ‘주민들의 뜻에 따라 움직이겠다’며 원전 유치 신청을 추진하겠 다는 입장을 밝혔음

삼척시장은 2010. 11. 22.경 삼척 MBC와의 인터뷰에서 “주민의견 수렴이 필요하다고 할 경우에는 주민투표를 하겠다.”고 하였음

삼척시장은 2010. 12.초 갑자기 말을 바꾸어 주민투표 대신에 여론조사로 대체하겠다고 하였고, 이에 삼척시의회는 약속대로 주민투표를 실시할 것 을 요구하여 갈등이 발생하였음


삼척시장의 원천유치신청 및 삼척시의회와 주민투표 합의 그 후 삼척시와 삼척시의회 사이에 “주민투표를 실시하는 것”으로 합의가 이루어져 삼척시의회는 2010. 12. 14. 회의를 개최해 삼척시 장이 제출한 “원자력 발전소 유치동의안”을 시의원 8명 전원 만장일 치로 가결하였음.

당시, 삼척시의회는 삼척시장에게 주민투표 약속을 요구하였으며 삼 척시장은 주민여론조사는 주민투표를 실시한다고 삼척시의회와 합 의하여 삼척시의원 전원이 ‘원전유치에 관한 주민투표 찬성서명부’ 를 만들어서 이에 서명하였음.


원전유치에 관한 주민투표 약속 발표 표결 직후 김상찬 삼척시의회 의장은 기자들에게 “이거는 단순한 유치동의안에만 참 여한 것이고, 의견수렴과정에서는 투명하게 주민투표로 가기로 합의했다”, “의회 차 원에서는 당초에 제시했던 대로 주민 수용성 조사시 주민투표를 하는 것을 원칙으로 설정했다. 원전 부지유치 신청이 끝나는 2월 이후에 주민투표를 실시하게 될 것”이라 고 밝혔음.

삼척MBC는 “삼척시와 시의회가 이견을 보였던 주민투표는 내년 상반기에 반드시 실 시하기로 합의하였다”라고 보도하였음.

삼척시는 2011. 1. 12. “2010년말 기준으로 주민투표 유권자는 총 59,151명에 달한다” 고 밝히기도 하였음.


삼척시장의 주민투표 약속 번복 삼척시의회 본회의 의결 후 삼척시장은 2010. 12. 16.경 한수원에 원전 유치신청서를 제출 하였고, 이에 따라 한수원은 3개 지역 중 2개 지역 부지에 신규 원전을 건설하는 것으로 가 닥을 잡고, 2011. 6.말까지 신규 원전 부지를 선정하고 2012년말경 예정구역으로 지정고시 하겠다고 밝혔음.

신규원전부지 선정기한이 2011. 6.말까지인 점을 고려할 때 2011. 2.중에는 주민투표 절차 가 가시화되어야 하지만 삼척시장은 2011. 2.까지도 주민투표에 관해 아무런 공표를 하지 않았음.

오히려 삼척시장은 2011. 3. 2. 삼척시청 공무원 직원조회에서 “원전유치와 관련하여 주민 투표를 실시하겠다고 삼척시의회와 약속한 사실이 없으며, 법적으로 그럴 수도 없다”고 하 였음.


삼척시의 원전유치 지지 주민서명 경과 삼척시는 약속하였던 주민투표를 실시하지 않고 대신 원전유치를 지지한다는 주민서명을 받음.

삼척시는 2011. 2. 21~ 2011. 3. 6.까지 원전유치에 관한 주민서명 을 받았다고 하는데 삼척시 유권자 58,339명 중 96.9%인 56,551명 이 원전 유치에 동의하는 서명을 하였다는 것

원전유치에 동의하는 서명을 하지 않은 사람은 1,788명이라는 결과 임


원전유치 주민동의서명 결과를 믿을 수 없는 점 그동안의 삼척은 원자력시설 유치 반대 역사에 비추어 볼 때 삼척시 의 원전 유치 동의 서명 결과는 정말 믿기 힘든 것임.

2011. 12. 23. 한수원은 삼척을 원전 건설을 위한 신규부지 예비후보 지로 선정 발표하면서 삼척은 시민들의 동의가 50%를 넘지 않는다 고 밝혔고, 2011. 4. 삼척 MBC가 삼척시민들에 대하여 조사한 여론 결과도 60%가 넘는 시민이 반대한다고 나왔으며, 제19대 국회의원 총선 당시 도내 6개 언론사 공동여론조사 결과에서도 50%가 넘는 삼척시민이 원전 유치를 반대하였음


삼척시의 투표율 및 부재자 수에 비추 어서도 믿을 수 없는 점 2006. 5. 31. 제4회 지방선거 당시 삼척시의 유권자 수는 58,415명이고 예상 부재자 수는 4,000명 임. 2008. 4. 9. 제18대 국회의원 선거 당시 삼척시의 유권자 수는 54,546명이고 예상 부재자 수는 1,877명임

역대 주요 선거에서 강원도의 투표율을 보면 제17대 국회의원 선거(2004. 4.)59.7%, 제4회 지방선 거(2006. 5.)58.7%, 제17대 대통령 선거(2007. 12.) 62.6%, 18대 국회의원 선거(2008. 4.) 51.5%, 제 5회 지방선거(2010. 6.)62.3%인데 삼척시도 크게 다르지 않고, 제 19대 국회의원 선거(2012. 4. 삼 척시의 투표율은 58.4%였음.

이러한 통계를 볼 때 삼척시가 2011. 2. 원전유치 동의 서명을 받을 당시 삼척시 유권자 58,339명 중56,551명이 원전 유치에 동의하는 서명을 하였다는 것은, 삼척시에 실제 거주하는 대부분의 주 민은 물론 군대에 가있거나 주소는 삼척에 두었지만 외지에서 대학에 다니거나 직장에 근무하는 사람들까지 대부분 원전 유치를 동의하는 서명을 하였어야만 나올 수 있는 수치임.


원전유치 동의서명이 위조되었거나 날 조되었을 가능성 삼척시가 원전 유치 동의 서명을 받을 때 초기에 서명해주는 비율이 낮 으니까 공무원들을 대거 서명에 동원하였고, 근덕면 동막리 새마을지도 자회 총무는 “내 주변엔 서명해줬다는 사람이 한 명도 없는데 우리 동네 에서도 찬성율이 90%가 넘게 나왔다니 기가 찰 노릇”이라고 말하였으며, 삼척시 정라동 주민 박은숙은 “동네 일을 보는 분이 ‘많은 눈이 내려 눈 치울 사람을 파악해야 한다’고 해 가족 이름까지 대신해 서명을 해줬는 데 나중에 알고 보니 그게 요즘 유행어가 돼버린 건국 이래 최고의 원전 찬성 비율 96.9%더라”며 “허탈함을 넘어 괘씸하고 너무나 분해서 잠을 제대로 못 청한다”고 하였다(한겨레신문 2011. 3. 24.자 기사).


[결론]국회에서 삼척 진상조사단을 조직하여 조사할 것을 촉구한다. 이러한 이유로 삼척핵발전소유치반대투쟁위원회는 삼척시가 당시 주민들이 동의서명을 하였다는 서명부를 공개하라고 촉구하고 있으며, 주민투표 약속을 어긴 삼척시장에 대한 주민소환 운동을 벌이고 있음.

만일 서명부에 일부라도 허위로 서명이 된 것이 밝혀진다면 이는 사문서위조 및 동행사죄 의 범죄행위이며 범죄행위를 동원한 원전유치신청은 무효이므로 서명부의 공개 및 진위 여부 조사는 매우 중요한 일임.

원전은 무엇보다 가장 직접적인 피해당사자인 지역주민의 의사가 반드시 확인되어져야 하 며, 삼척시장이 주민투표를 약속하여 삼척시의회의 의결을 이끌어내고도 이를 지키지 않고, 삼척시 유권자 96.9% 56,551명이 원전 유치에 동의하는 서명을 하였다는 결과를 믿을 것 을 강요하는 것은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는 것임.


[결론]국회에서 삼척 진상조사단을 조직하여 조사할 것을 촉구한다. 삼척시장은 원전유치 동의 서명부를 공개하지 않고 있으며, 정말 떳떳하다 면 공개하지 않을 이유가 없음.

삼척시의 원전유치 동의 서명부는 삼척시에 있고, 한수원에도 제출이 되어 있다고 함.

국회는 한수원과 삼척시에 원전유치 동의 서명부의 제출을 요구하고, 이를 제출 받아 서명이 위조된 사실이 없는지 반드시 확인하여야 함. 만일 서명 이 위조된 부분이 밝혀진다면 삼척시의 원전유치신청은 무효이고, 지역주 민의 동의 없는 원전유치는 절대 강행해서는 안됨.

김영희-토론문 발표자료  

19대국회 역할 토론회 토론문의 발표자료

Read more
Read more
Similar to
Popular now
Just for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