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e 1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글 읽기에 앞서. 4월 9일자 pfx 인자 관련 글에서 잘못된 부분이 있어 수정본을 다시 씁니다. 잘못된 정보로 고통받으신 분들이 있다면 정말 죄송합니다. 처음 글에서 x,y,z축에 관한 부분과, 또 몇몇 설명 못한 인자에 대한 부가설명이 추가되었습니 다. 예전에 제가 PFX데이터를 추출하는 법에 대해서 알려드렸는데요, 오늘은 그 데이터를 이용하 는 법에 대해서 써볼까 합니다. 먼저 필요한 데이터를 추출해주세요.

아마 이러한 화면이 있을 것입니다.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1 of 6) [2008-04-10 오전 2:58:27]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앞으로 나올 단위들은 피트입니다. 알기쉽게 바꾸시려면, 각 단위에 *12를 해주세요.

1. sz_top/sz_bottom 앞의 대부분 열들은 무시해도 될 것들이며, 일단 sz_top, sz_bottom 부터 보도록 하겠습니다. sz는 StrikeZone의 줄임말입니다. 즉, 탑은 해당 선수의 스트라이크 존 가장 위쪽, 바텀은 존 가 장 아래쪽의 좌표를 나타낸다고 해두죠. 즉 두 값의 차이는, 해당 선수의 스트라이크존 상하 길 이가 되겠습니다.

2. pfx 측정 거리는, 위에서 말한 원점에서 40피트 되는 지점부터, 홈플레이트에서 투수와 가장 가까 운 모서리부분(원점에서 약 1.417피트) 까지로 정의합니다. 아마 측정 거리를 투수의 릴리즈포 인트(원점에서 약 55피트지점)으로 넓혔다면, 편차가 두배가까이 될거라고 하는군요. 그리고 pfx_z값에서, 중력에 의한 꺼짐(공이 40피트를 움직이는 동안, 지면과 완전히 평행하게 이동하 지는 않겠죠?)은 빠져있으며, 이 빠진 값은 Break라는 변수에서 다루기로 합니다. 즉 공에 작용 하는 회전력과 중력은 break변수가 담당한다는 것이지요. 우리가 사용하는 pfx 값은 이 두개의 값을 합한 량을 통상적인 pfx 값으로 보고 분석을 하게 됩 니다. 즉,

PFX = [(pfx_x)^2+(pfx_z)^2]^0.5 를 사용한다는 것이지요. 여기서, x,y,z축이 의미하는게 과연 무엇인가? 그게 가장 궁금하실 텐데요, 아래 그림을 보시면 가장 쉽게 이해하실수 있을거 같습니다.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2 of 6) [2008-04-10 오전 2:58:27]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x축은 포수의 중간에서 오른쪽으로 항하도록 설정되어있으며, y축은 포수를 원점으로 하여 투 수에게로 가는 방향으로 설정되어 있고, Z축은 지면과 수직되는 방향으로 설정됩니다. 즉, 엄밀히 말해 투수가 던진 공은 스핀이 없다고 가정할 경우, y축과 평행하게 움직인다는 뜻 이 됩니다. 축에서 보이듯이, pfx_x값이 0보다 크다면, 그 공은 포수의 오른쪽으로 휘는 움직임을 보였다 는 것이며, 0보다 작다면 왼쪽으로 휘는 움직임을 보였다는 뜻입니다. 또 pfx_z값이 양수라면, 그 공은 중력에 의한 움직임보다 훨씬 적은 하강을 했다는 뜻이 되겠고, pfx_z값이 음수라면 그 공은 중력에 의한 통상적인 하강량보다 훨씬 더 많은 양을 움직였다는 뜻이 됩니다. 더 많이 하강했는데 왜 음수의 값을 보이는가? 축의 방향에 유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축의 방향이 지면으로 들어가는 방향이 아니라, 지면에 서 나오는 방향입니다. 즉, 더 많이 하강할수록 그 값은 0보다 작은 값이 될 것이란 이야기지 요.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3 of 6) [2008-04-10 오전 2:58:27]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3. px, pz 이 값은, 스트라이크 존 근방에서 계산된 공의 위치입니다. 물론 단위는 피트입니다. 존 중앙을 0,0이라 잡으시고, 계산하시면 되겠습니다. 분포도를 그리신후에, 아직 감이 안오시는 분은 대 략의 존을 그린 후에 그것을 게임데이 배터박스 화면에 투영시켜 보세요. 한결 나은 결과물이 탄생할 것입니다. 스트라이크 존은, 보통 좌우 -10~10, 상하로 18~40정도의 값을 잡아주시면 되겠습니다. 게임데이 배터박스에 투영시킨 예시를 보여드리지요.

4. x0, y0, z0,vx~vz, ax~az. 위의 세종류, 9가지 값은 우리에게 가장 중요한 정보를 주는 것들입니다.(여러분이 계산할 수 있으시다면) 이 세가지 값은 피트(ft)단위로 표시되며,. 다음 vx~vz는 ft/s(피트/초), 다음 ax~az는, 아마도 감 이 오신분이 있으실거라 믿지만, 가속도 단위로 ft/s2로 표시됩니다., x(t)=x(0)+vx0*t +0.5*ax*t^2라는 식을 이용해서, y(t), z(t)방향으로도 계산해 주어야 합니다. 주의할 것은, 위에서 투 수의 릴리즈 포인트가 55피트라고말했지만, 여기서 y0의값은 50피트로 설정합니다. 50피트로 해주는 이유는, 홈플레이트에서 50피트 되는 지점에서 공의 초속(초기속도)를 측정하며, break 값을 측정하기 시작하기 때문입니다.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4 of 6) [2008-04-10 오전 2:58:27]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초기 속도라는 값은, vx_02+vy_02+vz_02에 루트를 씌운 값이 되겠습니다.

5. break 값의 측정 먼저 축의 원점(x0,y0,z0)에서 공의 최종 측정지점인 y=1.417피트까지 직선을 긋습니다. 이 선 은, 시작점과 끝점에서의 직선궤적을 결정하게 됩니다. 이 직선궤적은 후에 실제의 궤적과 비교 를 하기 위해 만든 선임을 알아두세요. break_length는 가장 큰 편차를 나타내는 값이며, 인치 (inch=2.54cm)단위로 기록되고, 직선궤적에서 측정된 값입니다. break_y는 가장 많은 편차를 나타낸 순간지점의 좌표를 홈플레이트에서의 거리로 나타낸 값입니다. break_angle은 우타자 에게로 휘는 각도를 양수값으로 보며, break_angle이 0이라면, 소위 말하는 "막대기 직구"가 되 겠습니다. 대부분의 공은 -50도에서 50도 사이의 값을 나타내며, 90도 보다 큰 값을 가지는 공 은 이론적으로 존재하지 않습니다. break_angle이 90도보다 크다면, 그 공은 위로 뜨고있는 공이기 때문입니다. (실제 라이징 패스트볼은 없다는 소리지요.) break_length의 x값과 z값을 찾고 싶으시다면 아래의 식을 사용하십시오. break_x = break_length*sin(break_angle) break_z = break_length*cos(break_angle) (주의) 엑셀을 사용하고 싶으시다면, sin(radians(break_angle))을 이용해주세요. 주의하셔야 할 것은, pfx_x의 값과 break_x의 값은 서로 다른 부호를 띈다는 것입니다. 원래의 x 축은 포수의 우측으로 향하는 방향이지만, break_angle의 기준방향이 그 반대방향이기 때문에, break_x의 값은 pfx_x와 정반대의 부호를 띄게 될 것입니다.

6. Confidence 기록원이 해당 자료에 대해 가지는 확신도를 나타내는 값이 아닌가 싶은데, 실제 필요는 없습니 다. 어짜피 우리는 이 자료에 100%의존해야 하기 때문이지요.

7. 추출할수 있는 자료들 pfx+break값을 통해서 공의 무브먼트 추적을 할수가 있으며, 이를 통해 잘못 기록된 구질에 대 한 부분도 약간은 찾아낼 수 있습니다. px,pz의 값을 통해 공의 로케이션을 찾아낼 수가 있습니다. start_speed 를 통해 통상적으로 우리가 아는 공의 구속을 알수가 있으며, 초속과 종속의 차이 를 통해 소위 말하는 구위를 알아볼 수도 있습니다.(초속과 종속에 의한 차이가 어떻게 구위로 연결되는지는 제가 잘 모르는 관계로 저도 분석하지 않습니다.)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5 of 6) [2008-04-10 오전 2:58:27]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10. 맺음말 처음 썼던 글에서 조금더 추가하자는 생각이었습니다만, 제대로 된 데이터값을 알고보니 처음 쓴 글과는 전혀 다른 내용이 되어버리는군요. 먼저번 글을 읽으신 분들께 사죄의 말씀을.... 쓰는 용도에 따라서 정말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데이터들입니다. 잘 쓰면 경기를 보지 않고도 이 투수에 대한 분석을 하면서 마치 한편의 경기를 다 보고 있는듯한 느낌을 받게 되지요. px/pz 데이터를 순서별로 찍어서 플래시로 만들수만 있다면 나만의 게임데이를 생성할 수도 있 겠습니다. x,y,z축에 관한 정보가 아니라, 시간에 관한 함수들까지 들어있다는 걸 알고 나니, 정말 이제는 머리가 터질것 같습니다. -_-; 개인적으로는 시간이 허락한다면(아마 이번 여름은 되야겠지만), 매일매일 엑셀을 꺼내서 노가 다를 하는것도 귀찮기도 하고 해서 주소를 넣으면 제가 필요로 하는 값들만 뽑아서 엑셀로 추출 해 버리는 간단한 프로그램을 하나 만들어볼까 하고 있습니다. 해 보시면 알겠지만, 분석을 하려고 파고들수록 엄청난 글거리들이 있는관계로, 파고들다보면 몇시간이 쉽사리 가버립니다. 꽤나 중독성이 강하니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file:///C|/Documents%20and%20Settings/Administrator/My%20Documents/ass.html (6 of 6) [2008-04-10 오전 2:58:27]


PFX analysis Korean ver.  

pfx variables article

Advertisement
Read more
Read more
Similar to
Popular now
Just for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