__MAIN_TEXT__
feature-image

Page 139

ENTERTAINMENT 배우 표예진(27)에게 청순 발랄함만

맡아서, 이번에는 다른 모습을 보여주

있는 것이 아니었다. SBS 월화드라마

고 싶었다. 시놉시스에 나온 유리가 그

'VIP'(극본 차해원, 연출 이정림)를 통

런 캐릭터였다. 대본도 너무 재밌어서 '

해 과감한 연기 변주가 가능하다는 것

이 작품을 꼭 해야겠다'는 마음이었다.

을 증명해냈다. 지난해 12월 24일 종영 한 'VIP'에서 박성준(이상윤 분)의 불륜

-'불륜녀' 캐릭터에 부담은 없었나.

녀인 온유리 역을 맡아 박성준의 부인

▶지금도 그 부분이 제일 부각된다. 그

인 나정선(장나라 분)과 기싸움을 벌이

래도 저는 연기자로서 이 캐릭터가 얼

는 등 색다른 모습을 보여줬다.

마나 힘들게 살아오고, 외로운 아이인

가난한 가정환경을 가진 온유리는 방 송 초반 다소 위축되고 내성적인 캐릭

지, 그 캐릭터의 삶에 대해 집중하며 연 기했다.

터로 그려졌지만, 성운백화점 부사장 하재웅(박성근 분)이 그의 부친이란 사

-'VIP'로 가장 기억에 남는 댓글이 있

실이 밝혀지고 파격적인 승진까지 이뤄

나. 어떤 반응이었나.

지면서 점점 변해가는 모습을 보였다.

▶유리에 대해 욕도 많았고 잘못했다

심지어 나정선에게 이혼을 직접적으로

는 분들이 많았다. 그래도 작품에 대해

요구하며 시청자들의 분노를 유발하기

서는 현실적이라는 이야기가 많았다.

도 했다.

그래서 '잘 봐주시고 계시는구나'라고

이런 그의 열연은 'VIP'가 자체 최고 시청률(12.0%, 2부 15.9%)로 유종의

내심 뿌듯했고, 저와 성준이에 대한 욕 에 대해서도 내심 뿌듯했다.

미를 거두는 데 일조했다. 이를 통해 표 예진은 지난해 12월 31일 열린 '2019

-시청자들이 온유리를 어떻게 봐줬

SBS 연기대상'에서 베스트 캐릭터 상

으면 좋겠나.

을 수상하기도 했다. '김비서가 왜그럴까', '쌈 마이웨이' 등 이전 작품에서 아픔 없이 곱게 자란 청

▶분명히 유리가 잘못한 것이 맞다. 하 지만 유리를 연기한 입장에서는 늘 불 쌍했다. 안쓰럽게 여겨줬으면 좋겠다.

순 발랄 캐릭터를 맡았던 그는 '불륜녀' 캐릭터로 완벽히 이미지 변신에 성공

-후반부에 점점 변화하는 모습에 어

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혔다. 연기 변

려운 점이 없었나.

신으로 다양한 면을 어필하고 있는 표 예진을 스타뉴스가 만났다.

▶그 과정의 유리의 심리가 굉장히 복 잡했다. 성준이를 가진다는 단순한 느 낌이 아니었다. 정선에게 죄책감을 가

-'VIP' 출연 계기는 무엇인가. ▶전작들에 제가 밝은 캐릭터를 많이

www.juganphila.com

지면서도 자기의 마음을 굽히지 않고, '나도 유일한 사람이 이 사람이다'라는

주간필라 JAN 31.2020-FEB 6.2020

139

Profile for Korean Phila Times

Korean Phila Times Vol 1050 January 31st 2020  

Jan 31st 2020

Korean Phila Times Vol 1050 January 31st 2020  

Jan 31st 2020

Recommendations could not be loaded

Recommendations could not be loaded

Recommendations could not be loaded

Recommendations could not be loa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