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e 1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과 북한이 오직 예수그리스도의 복음으로 하나가되 어 통일이 이루워 질수있도록 기도하였으며 2, 안창기목사가 한국과 미국이 선교사 파송에 물질 적 어려움이 없도록 교회와 믿음의 가업체가 잘 성장 될수있도록 기도하였으며 3. 박승국목사 ( 본 방송위원 ) 가 대필라델피아인근지 월 23 일 ( 화 ) 오후 7 시 본방송 예배실 (1925역의 W.Chel복음화를위하여 교회협의회와 목사회와 장로 tenham Ave. Elkins Park ,PA 19027) 에서 제 229 회가회복음전파에 전력할수 있도록 기도하고 화요기도회에

백형무목사 ( 선한사마리아선교회장 ) 4. 김정은 목사 ( 본방송위원 ) 가 새로운 가정을 이루

를 초청 하여 말씀에 은혜의 시간을 가졌다 .

고져 하는이웃을 위하여 기도하였으며 예배인도 김종환 목사 ( 본방송대표 ) , 설교 백형무목 5. 김치수 목사가 최영호선교사 ( 일본 조총련 복음

사 ( 선한사마리아선교회장 ), 반주 안정혜 권사 화()영생 건강회복을 위하여 기도를 함께 하였다 . 장로교회 / 방송진행위원 ) , 신앙고백 사도신경 , 찬송 찬송 376 장 ( 새 450) 부른후 백형무목사 가 " 471 장 ( 새 415) 을 부른후 대표기도에 노준구 장로 (본 goodnews 인터넷복음방송 & 필라 good사역을 뉴스 " 방송 운영이사 ) , 성경봉독 인도자 특송에 설금호위하여 단 함께봉사할 분과 기도와 물질의 후원을 위하 장 ( 필라 오카리나 앙상블 ) 숨으로 이어졌다 .

여 기도후 축도하므로 제 229 회 화요기도회를 모 백형무 목사는 시편 14:1-6 의 말씀으로 " 어리석은 두마쳤다 .

사람 " 이라는 제목으로 은혜와 축복의 말씀을 전파 하였다 .

본지 종교 섹션 교회 관련 기사는 인터넷 중보기도 인도에 김치수 목사 ( 예루살램교회 / 방송위 복음방송 ( 대표 = 김종환 목사 ) 과 본사의 협의

원 ) 는 찬송 478 장 ( 새 419) 부른후 * 이원상 원로목 에 따라 인터넷 복음방송에서 제공받습니

사 ( 위싱톤중앙장로교회 ) 건강회복과 *goodnews다인. 복음 전파를 위해 수고하는 인터넷 복음 터넷 복음방송 & 필라 good 뉴스 " 복음사역을 위하여 방송의 성스러운 사역과 인터넷 복음방송 기도와 물질의 후원으로 기드온 300 용사 ( 년 $100)을 가후원하는 일선 교회 및 동포 기독 경제

입과 방송국 사무실 이전에 따른 새로운 건물의 장소 인들에게 감사 드리며 지속적인 후원을 당

goodnews 인터넷 복음방송 & 필라 good 뉴스허락을 ( 이사 위하여 합심기도를 하였다

부 합니다 . 장 : 손광선 장로 / 대표 : 김종환목사 ) 에서는 지난 8 1, 김주현 목사 ( 예수님살 . 피 . 세족장로교회 ) 가 한국


필라 아버지학교제 18 기 ( 동기회장 : 강동권 / 필라델피아한인연합교회 동기회는 ) 제 5 차 모임으로 지난 8 월 21 일 ( 주일 ) 오후 6 시 필라 안디옥교회 에서 김상묵 장 로 ( 아버지학교 이사장 ) 를 초청하여 가정써미나를 개최하였다 . 아버지학교 제 5 차 모임이란 아버지학교를 마친 후 4 주후에 모여 가정과 아버 지들의 변화를 나누는 감동이 있는 시간으로 그동안 제 18 기를 통하여 아버지 학교를 마친 부부가 함께 모여 가정의 변화를 나누고 또 계속하여 변화된가정을 이끌어 나가겠다는 확신을 하며 다짐을 하는시간으로 준비하였다 . 특별히 이번가정써미나는 아버지학교와 어머니학교를 수료한 부부가 함께 참 석하여 서로 가정의 변화와 아버지들의 새로운 각오와 도전에 눈씨울을 적시는 모습도 보여졌다 필라 아버지학교 운영위원장 임호선 장로 ( 필라델피아한인연합교회 ) 는 “이번기 회로 년 1 회정도 아버지학교 , 어머니학교 수료생이 연합하여 부부가 함께 참석하 는 부부 가정세미나를 계획하고 실천할수있도록 하겠다” 고 밝혔다 .


Goodnews 인터넷 복음방송 & 필라 good 뉴스 ( 신문 ) 헌신예배는 본방송 선

교회 / 본방송위원 ) 로 이어졌다 . 설교에 윤철환 목사 ( 빌립선교회장 ) 는

교사역을 위하여 기도하며 " 땅끝까지

에베소서 1 장 7 절의 말씀으로 " 그의 피

복음을 전파하라 " 는주님의 지상명령

로 말미암은 구속 " 이라는 제목으로 말

에 따라 사명을 잘 감당 하고져 2015

씀을 증거하였다 .

년 9 월 첫주일 부터 복음방송사역에

헌신합심기도에 본방송 사역을 위하

함께 동참 하기를 원하시는 분을 위하

여 goodnews 인터넷복음방송후원을

여 지난 1 년 동안 매주일 오후 5 시 본방

위하여 기드온 300 용사 ( 년 100 불 ), 선교

송 예배실에서 함께 기도하며 찬송하

사역 ( 방송 , 선교사 숙소 , 철야기도방 ) 을

고 말씀으로 은혜를 나누며 마음을 같

위하여 건물을 마련할수있도록 , 필라

이 하였다 .

good 뉴스 ( 신문 ) 를 통하여 문서선교의

Goodnews 인터넷 복음방송 & 필

사명을 감당할수있도록 정원수 목사 (

라 good 뉴스 ( 신문 ) 에서는 마태복

본방송위원 ) 가 마무리기도하고 안창기

음 28 장 18 절 -20 절의 말씀 ” 예수께

목사 ( 본방송위원 ) 축도와 1 주년 감사예

서 나아와 말씀하여 이르시되 하늘

배를 마치고 박승국 목사 ( 본방송위원 )

과 땅의 모든 권세를 내게 주셨으니 그

의 친교기도가 있었다 .

러므로 너희는 가서 모든 민족을 제자 ( 및 상담 : 문의 로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상 함께 있으리라 하시니라”는 주님운영이사 ) , 반주에 레베카 윤 사모님 19 5) 으로 세례를 베풀고 내가 너희에게 분의 말씀을 묵상하며 제자의 삶을 누 윤철환 목사사모 )찬 송 175 장 ( 새 302-898-6285/215-307-7068 리기를 소원해왔다 . 교독문 11 번 시편 28 편 ( 새 16) 사도신경 E-mail: 부한 모든 것을 가르쳐 지키게 하라 볼 후 대표기도에 김치수 목사 ( 예루살렘 goodnewsusa.org@gmail.com 지어다 내가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 이날 예배인도에 노준구 장로 ( 본방송


테너 강상남 집사 ( 필라델피아한인연 합교회 ) 80 회 생신 기념 독창회 가 지 난 8 월 28 일 ( 주일 ) 오후 6 시 필라델피 아한인연합교회 본당에서 조진모 목 사 ( 필라델피아한인연합교회 시무 )기 살리라’ ‘주님의 택함 이었소’ 등 성가 * 사 명

터너 강성남 집사

* 주날개밑 내가 편안히 쉬네 도와 터너 강성남 집사의 인사말에 를 웅장한 하모니로 연주 , 청중들의 귀 를 사로 잡으며 음악회의 깊이를 더해 * 갈보리 산위에 이어 음악회를 개최하였다 . 이날 강성

* 참좋으신 주님

* 생명의 : 양식 남 집사는 ‘주 날개 밑 내가 편안히 쉬 주었다 . 반주는 피아노 : 김은혜 , 첼로 * 내. 맘에 한 노래 있어 네’ ‘생명의 양식’ 등 성가에서 부터 ‘보윤해나 , 비올나 : 이신영 씨가 담당했다

* 고향생각

리밭’ ‘고향생각’ 등 가곡에 이르기까지이날 프로그램은 아래와 같다 . 주옥같은 메들리를 선사해 청중들로프로그램

필라델피아한인연합교회

* 엣날은 가고 없어도

테너 강성남집사 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 또 필라델피아 한인연합교회 남성중창단이 ‘찬양하며* 자 장미꽃 위에 이슬

* 주님이 택함 이었소

( 남성중창단 ) * 찬양하며 살리라

* 보리밭 * 그리움 피아노 : 김은혜 첼로 : 윤해나 비올나 : 이신영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18. 다니엘의 기도는 언제부터 응답되 었나요 ?/10:12 1) 금식하던 때부터 . 2) 하나님 앞에 겸 비하기로 결심하던 때부터 . 3) 철야하던 다니엘서 (Daniel) 의 저자는 다니엘술 이. 3) 갈대아의 학문과 방언

누구를 찬양하게 되었나요 ?/4:37

때부터 .

다 . 이스라엘의 귀족이요 , 지혜와 도덕 3. 하나님은 네 소년에게 무엇을 주셨 1) 국민들 2) 다니엘 3) 하늘의 왕 하나 해설 : 다니엘 : 여호야긴 왕과 함께 바 나요 ?/1:17 이 겸비한 자이다 . 그 이름은 ‘하나님은 나의 심판’이란 뜻이다 .

1) 재물을 주심 2) 벼슬을 주심 3) 학문 11. 벨사살왕은 자신도 알지 못하

삼조 ( 三朝 ) 제상의 직임을 받은 자요 과 재주에 , 명철을 주심

경이다 . 승리한 믿음 .

님 3) 유명한 점쟁이

느브갓네살 : 나보폴라살 왕의 아들

1) 정치 전문가 2) 대학 교수 3) 하나님 로 샛별이라 불렸다 ( 겔 26:7, 사 14:12).

는 자기 백성들을 보호하시며 승리케 1) 유명한 요술가 2) 하늘에 계신 하나 의 종 다니엘 하심을 나타내려 함에 있다 .

으나 구원을 받아 신앙의 승리를 보여

12. 벨사살이 죽은 후 다리오 왕은 누준 인물이다 .

5. 오직 은밀한 것을 나타내시는 이는구를 총리로 세웠나요 ?/6:3

다니엘서의 목적 = 하나님은 고난당하 누구입니까 ?/2:28

네살 왕의 꿈을 해석하였고 , 다리오 왕

1) 얼굴에 빛이 났다 . 2) 생각이 맑아때졌총리가 되었으며 , 사자 굴에 들어갔

1) 주께 감사와 찬양 2) 자신의 능력을 다 . 3) 무릎이 서로 부딪쳤다 .

다니엘서의 총 제목 = 믿음으로 고난을 자랑 3) 자신의 지혜를 자랑

의 성결을 지켜 하나님께 지혜와 총명

는 벽의 글씨를 보고 어떻게 되었나 그리고 꿈 해몽의 은사를 받아 느브갓

72 년 동안 선지자의 일을 행하였다 . 4. 기도의 응답을 얻은 다니엘은 먼저요 ?/5:6 다니엘서의 기록 연대는 주전 536 년 무엇을 했나요 ?/2:23

벨론에 포로가 되었으나 , 믿음과 자신

바벨론의 최대 전성기를 이루었다 . 많

13. 다니엘은 하 루 몇 번 감사기도를은드전쟁에서 많은 사람을 학살하였다

다니엘서의 대지 =1) 고난과 승리 (1:-6:) 6. 느브갓네살 왕은 누구에게 엎드려 렸나요 ?/6:10

가 정신병에 걸려 짐승처럼 살기도 하

2) 기도와 예언 (7:-12:)

였다 . 그러나 다니엘의 하나님을 만나

절했나요 ?/2:46

다니엘서의 요절은 12:3 절이다 . “ 지혜 1) 점쟁이들 2) 박사들 3) 다니엘 있는 자는 궁창의 빛과 같이 빛날 것

1)1 번 2)2 번 3)3 번

14. 다니엘이 사자굴에 던짐을 받은 후 탄복하였고 , 하나님의 능력을 선포하

7. 평일보다 칠 배나 더 뜨거운 풀무불 벨사살 왕은 무엇하였나요 ?/6:18

이요 많은 사람을 옳은 데로 돌아오게에는 누가 타 죽었나요 ?/3:22

였다 .

1) 기악으로 즐겼다 . 2) 침수 ( 寢睡 ) 했다 .

한 자는 별과 같이 영원토록 비취리라 .” 1) 다니엘의 3 친구를 붙든 사람 2) 다니 3) 금식했다 .

평신도를 위한 무료신학교육은 성경 ** 오늘은 다니엘서를 퀴즈로 공부하 엘의 3 친구 3) 점쟁이들 15. 다니엘이 본 네 큰 짐승은 무엇을신학연구원에서 공부하세요 . WWW.BIBLETHEOLOGICALIN는 시간입니다 (1:-12:) 8. 고난에서 승리한 3 친구는 왕이말합니까 어 ?/ 7:17 정답의 번호를 적어 보내 주세요 . 축떻게 하였나요 ?/3:30 복의 통로를 발견하세요 .

1) 투옥 시켰다 . 2) 사형에 처하였다3) . 3) 세상의 네 학자들

1. 유다 왕 여호야김 3 년에 누가 예루 더욱 높였다 . 살렘을 포위했나요 ?/1:1

보낼 주소 : 1925 W. Cheltenham Ave. Elkins 16. 다니엘이 예레미야의 예언을 깨달

9. 왜 느브갓네살 왕은 7 년 동안 소처 은 후 무엇을 결심하였나요 ?/9:3

1) 베벨론 왕 느부갓네살 2) 애굽 왕 럼 바 살게 되었나요 ?/4:32 로 3) 앗수르 왕 산헤립

1) 세상의 네 부자들 2) 세상의 네 왕들 STITUTE.COM 을 열어 보세요 .

Park, PA 19027( 고바우식품 지하 1) 철야기도 2) 말씀선포 3) 금식기도 홀)

1) 하나님의 지상 통치권을 알지 못하17. 다니엘은 하나님께 무엇을 크게 받 Goodnews 인터냇 복음방송 성경

2. 포로로 잡혀간 다니엘과 그의 세 친 였으므로 . 2) 권력을 남용하므로 . 3) 았나요 부 ?/9:23,10:11,19

퀴즈 담당자 앞 (215)758-2211 구는 무엇을 배웠나요 ?/1:4 정축재 하였으므로 . 1) 하나님의 은총 2) 하나님의 사랑 E-Mail:goodnewsusa.org@ 3) gmail.com 1) 갈대아의 군사훈련 2) 갈대아의 10. 무 교만하던 느브갓네살 왕은 결국 하나님의 지혜


석방되고 국내로 돌아올 때에는 고종 과 민비로부터 대대적인 환영을 받게 되고 그 후 , 특채 차원이라고 할만한 과 거 시험에 급제하여 고종의 총애를 받 으며 신임을 얻어 요직에 오르게 됩니 다. 김옥균은 홍종우가 자기를 암살하리 라고는 꿈에도 생각지 못했습니다 . 홍 종우는 암살 의도를 철저히 숨기고 위 장 접근에 완벽하게 성공했던 것입니 다. 적은 안에 있습니다 . 안에 있는 적을 제거하지 못하면 피해를 입게 되는 것 1884 년 김옥균은 박영효 서재필 서광 섬에 은신하고 있었는데 명성황후는김옥균은 물론 그의 일본 친구들 입맛 입니다 . 범 홍영식 등과 함께 갑신정변을 일으홍종우를 시켜 김옥균을 암살할 계획 까지도 사로잡았습니다 . 켰습니다 .

을 세우게 합니다 .

오늘 한국은 안에 있는 적을 알면서

김옥균은 홍종우를 자기 사람으로 완도 제거하지 못하는 어려움에 처해 있

우정국 ( 郵政局 ) 낙성식을 계기로 홍종우는 쿠 급진 개화파의 일원으로 가전히 믿었습니다 . 조금도 의심하지습니다 않 . 테타를 일으켜 민씨 척족들을 축출하 장 , 김옥균에게 접근하였습니다 . 았습니다 . 원세개의 편지를 받은 김옥국가에 막대한 피해를 끼치는 적들이 거나 일부 처형하고 중국 간섭 배제 , 문 홍종우는 먼저 청의 외교부 협조을균은 기꺼이 그의 제안을 받아들입니 애국자인 양 행세하는데 그 누구도 그 벌과 신분제 타파 , 능력에 따른 인재 받아 등 당시 청의 실권자 원세개가 ' 동양 다.

들에게 손을 쓰지 못하고 있습니다 . 용 , 인민 평등권 확립 , 조세 제도 등의 평화를 함께 논의하고 싶다 ' 며 김옥균홍종우는 김옥균의 중국여행에 동행 “ 예루살렘아 예루살렘아” 하시며 탄 개혁 정책을 내놓았습니다 . 양반 상놈 을 청으로 초청한다는 서한을 김옥균 합니다 . 그리고 상하이에 있는 호텔 뚱 식하시던 예수님의 음성이 들려오는 의 제도가 무너진 것이 바로 갑신정변에게 띄우게 합니다 . 그러면서 홍종우 허양행 ( 東和洋行 ) 에 머물던 어느 날듯리합니다 . 때였습니다 .

를 동반자로 추천하도록 했습니다 . 홍 볼버권총으로 김옥균을 저격 , 암살하 “ 여호와께서 집을 세우지 아니하시면 그러나 치밀하지 못한 준비로 쿠데타종우는 한국인으로 프랑스 유학 제 1고 맙니다 . 1894 년 김옥균의 나이세우는 44 자의 수고가 헛되며 여호와께

는 3 일만에 실패로 돌아가고 말았습니 호였습니다 . 그의 프랑스 요리 솜씨는 세 때였습니다 . 다 . 김옥균은 일본으로 망명하여 외딴 뛰어났습니다 .

서 성을 지키지 아니하시면 파숫꾼의 청나라에 의해 체포되지만 얼마 안가깨어 있음이 헛되도다 .( 시 127:1)


전 · 면 · 광 · 고


“ 잡음이 너무 많이 들리네요 .” 라는 말은각‘직 가정 혹은 휴대폰 등의 전화번호를 등록하B: Thank you! ( 고맙습니다 .) 직 거리는 소리’ 즉 ‘잡음’이라는 의미를 갖는 는 것입니다 . 이는 미연방통상위원회 (Federal static( 스테딬 ) 을 써서 “ There’s static Trade on theCommission) 에서 국민 사생활 보호를 Extra Expressions line.” 이라고 하면 되겠습니다 . 이 외에 전화의 위해 상정된 법안에 의해 실행되고 있는 서비스 What's the matter with the connection? 연결상태가 좋지 못할 때 쓸 수 있는 표현으 로 여기에 등록된 전화번호에 상업적인 목적으 로 “ The connection is not good on this line”, 로 전화를 하는 것은 불법행위가 됩니다 . “The connection is very bad on this line.”Dialogue 또

( 전화 상태가 왜 이렇죠 ?) There's a terrible echo on the line.

( 전화가 심하게 울리네요 .) 는 “ The line is not clear.” 등이 있습니다 .A: I’m calling because of the paint touch-up Could you call again on my home phone 이민 초기에 제일 힘든 것이 무엇인 지 물어for your house. please? 보면 많은 경우 신문구독 (subscription) 이나 기 ( 댁의 페인트 보수작업 때문에 전화했는데 ( 집 전화로 다시 전화해 주시겠어요 ?) 부 (donation) 를 부탁할 목적으로 걸려온 전화 요 .) B: Could you call me again? There’s static I'll change phones. 를 응대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 영어가 능숙치 on the line. 않아 본의 아니게 신문을 구독한 분들도 있다 고 하지요 .

( 다른 전화로 받아 볼게요 .) Could you call back later in a minute? ( 전화를 다시 걸어 주시겠어요 . 잡음이 너무

많이 들려서요 .) 이렇게 상업적인 목적으로 걸려오는 많은 전 화들을 막을 수 있는 좋은 방법 중 하나는A: Sure, I’ll call you in a minute.) www.donotcall.gov 라는 웹사이트에들어가

( 그러죠 . 잠시 후에 걸겠습니다 .)

( 잠시 후에 다시 전화 주시겠습니까 ?) Can you hear me better now? ( 이제 좀 나아요 ?)


빌 밀러가 운용했던 오퍼튜니티 (Legg 반 투자자는 서서히 ‘투자 고수’가 없 90 년대 투자했던 일반 투자자는 빌 락 , Citigroup 은 73.4% 폭락 , 그리고 밀러 (Bill Miller) 라는 뮤추얼 펀드Eastman 매 Kodak 도 결국 파산했습니 Mason Opportunity Trust) 펀드의 경 다는 것을 인식하기 시작한 것입니다 . 니저를 잘 알고 있습니다 . 투자의 고수 다.

비는 매년 1.19% 부과됩니다 . 또한인덱스 , 투 펀드와 뮤추얼 펀드의 수익률

라고 불리었던 빌은 뮤추얼 펀드 (Legg잘나가던 시절 일반 투자자의 ‘몰빵 자할 때 수수료로 5.75% 를부과합 을 지난 10 년 평균을 보았습니다 . 인덱 니다 . 위에서 언급한 인덱스 펀드 스 (iS펀드의 수익률이 모든 뮤추얼 펀드 Mason Capital Management) 를 운용 (?)’ 투자로 뮤추얼 펀드 자산이 $20,8 하며 무려 15 년 연속으로 주식시장 수 billion 으로 성장했지만 잘못된 투자로 hares Core S&P Mid-Cap) 의 경비는 와 비교하면 82% 가 더 좋았다는 통계 입니다 . ( h t t p://m . k i p l i n ge r.c o m 익률보다도 더 높은 수익률을 내었습니 $18 billion 이 빠져나간 후 2011 년 0.12% 뮤 이며 수수료는 없습니다 . 한 마디 로 경비는 많이 부과하며 수익률은 훨ticle/investing/T030-C000-S004다 . 이것은 월스트리트에서 일어날추얼 수 펀드 자리에서 물러납니다 . 이 뮤 should-you-be-an-index-investor. 없는 거의 불가능한 기록입니다 . ‘ 빌추얼 밀 펀드에 투자했던 일반 투자자는 씬 적었던 것이었습니다 . 러’의 이름이 미디어를 통해서 얼마나당연히 투자 손실이라는 뼈아픈 경험 투자의 고수라고 불리었던 빌 밀러의html) 자주 언급되었는지는 말할 필요가 없 을 합니다 .

몰락을 보며 일반 투자자는 곰곰이 생 오래전부터 인덱스 펀드나 ETF 에 투

습니다 . 수익률을 찾아 투자하는 일반빌 밀러는 다른 펀드인 오퍼튜니티각할 것이 있습니다 .

자하는 것을 추천했습니다 . 말로만 한

투자자에게는 그야말로 ‘황금알’을 낳 (Legg Mason Opportunity Trust) *를회사를 직접 선정해서 투자하는 일것이 아니라 필자의 개인 자산이나 우 는 투자였기 때문입니다 .

리 회사의 모든 고객의 자산도 ETF 에 계속 운용했습니다 . 주로 중간 크기 반 투자자 : 투자의 고수라고 불리는 전

문가들의 투자결과가 이러하다면 과연 투자하고 있습니다 . 뮤추얼 펀드는 펀 이렇게 승승장구하던 펀드 매니저가 (Mid Cap) 회사에 투자한 뮤추얼 펀드 내가 앞으로 유망한 회사를 선별해서 드 매니저의 결정으로 투자하므로 일 잘못된 투자 결정을 연속적으로 합니 입니다 . 이 펀드 역시 2007 년에 투자한 다 . 금융위기 시절을 배경으로 한 영화 $10,000 이 2011 년 $4,815 로 반투자할 토막 수 있는지 ?

반 투자자는 나의 돈이 정확히 어디에

* 재정설계사를 고용한 일반 투자자 투자되고 : 있는지 알기가 매우 어렵습니 (The Big Short) 를 보면 빌 밀러 ( 영화 이 됩니다 . 그리고 지난 10 년 동안 수익 나의 소중한 자산을 운용하고 있는 재다 . 그러나 인덱스 펀드는 어디에 투자 에서는 브루스 밀러 ) 가 등장합니다 .률이 빌 3.1% 를 기록합니다 . 중간 크기에 밀러는 주식가격이 폭락하는 베어 스 투자하는 인덱스 펀드 (iShares Core 정설계사가 특정한 회사를 선정해서되어있는지를 분명히 알 수 있습니다 . 턴 (Bear Sterns) 회사를 건전하고 탄탄 S&P Mid-Cap) 는 같은 기간 수익률 투자하거나 뮤추얼 펀드에 투자한다면여러분의 소중한 돈입니다 . “ 잘 되고 선정한 투자종목의 미래 있겠지 ?” 라는 막연한 희망을 잠시 떠 한 회사라고 열심히 설명합니다 . 그러 이 9.3% 였습니다 . 당연히 투자자는재정설계사는 팔 적어떻게 아는지 ? 과연 나의 재정설계 나 “내가 제대로 하는 투자인지 ?” 를 다 나 여러분이 잘 아는 것처럼 베어 스턴고서 나옵니다 . 펀드 자산이 38% 나를 은 파산했습니다 .

어집니다 . 결국에는 35 년간의 투자사가 생 위에서 언급한 빌 밀러보다도 더시 한 번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

빌 밀러가 투자했던 다른 회사도 주 활을 청산하고 올 8 월 레그 메이슨 뮤똑똑 (?) 한 사람인지 ?

이명덕 추얼 펀드 회사를 완전히 떠나기로 결 2014 년 1 월부터 2016 년 3 월까지 투자 , Ph.D., Registered Invest식 폭락으로 이어졌습니다 . 회사 이름 ment 을 영어로 직접 표현합니다 . Freddie 정합니다 . (End of an Era: Bill Miller 자는 뮤추얼 펀드에서 $111 billion 을 Adviser (RIA) Parts Ways With Legg Mason, WSJ, www.BFkorean.com Mac 회사 주식은 96.4% 폭락 , Amer꺼내어 $434 billion 을 인덱스 펀드에 투자했습니다 (Ceruli Associates). 248-974-4212 일 ican International Group 은 96.2% Aug. 폭 11, 2016)


계란형엔 클래식 , 각진 얼굴엔 와이칼 칼라의 화이트 셔츠를 입는다 . 중간 높 편한 인상을 주는 와이드 칼라를 고른 둥근 얼굴은 곧게 떨어지는 칼라의 셔 라 . 언뜻보기에 비슷한 듯 해도 다르다 이의 . 클래식 칼라는 무난하게 잘 어울다 . 넓고 낮게내려앉은 와이드 칼라는 츠를 입는다 . 목이 짧은 남성도 마찬가 와이셔츠를구분 짓는 방법은 ‘칼라린다 ’ .

얼굴을 감싸고 편안한 인상을 주는 효지 . 곧게 떨어지는 사선으로 얼굴이 길

(colla r) 이다 . 와이셔츠의 정식명칭은 화이트 드 셔츠는 섬세한 칼라를 효과적과가 있다 . 레스셔츠 . 깃의 모양이나컬러 , 무늬에 으로 표현할 수 있다 .

고 선명해 보이는 효과가 있다 .

날카로운 각을 부드럽게 보이도록 해 선이 들어간 무늬 역시 착시효과가 있

따라 다양하게 나뉜다 . 셔츠만잘 입어클래식 칼라 셔츠를 입을때는 단추를준다 .

다 . 체크무늬는 둥근 얼굴형을 보완하

도 멋 좀 내는 사람으로 보일 수 있다 .풀어준다 . 많이 풀면 불쾌감을 줄 수 있 여기에 세로줄 무늬라면 얼굴과 상체는 최고의 패션 아이템이다 . 특히 얼굴형에 맞춰 칼러를 골라 입 으므로 윗 단추 2 개 정도가 적당하다의 . 균형을 맞춰준다 . 줄무늬 폭이 넓을 다양한 체크무늬는 유행을 타지 않아 으면 스타일이 ‘어메이징’한 남자로 소소매 단추를 열면 한결 여유 있는 느낌수록 캐주얼한 느낌을 , 좁으면 격식을 촌스럽지 않다 . 문날 수 있다 .

을 만들수 있다 .

차린 인상을 주므로 T.P.O 에 맞춰 셔츠의 입 색상을 하늘색 등 블루톤으로 는다 .

■ 계란형 얼굴은 클래식 칼라

■ 각진 얼굴은 와이드 칼라

■ 둥근 얼굴은 뾰족한 칼라 축복 받은 계란형 얼굴에는 클래식얼굴형이 삼각형이거나 각이 졌다면

정하면 밝은 느낌을 줄 수 있다 . 체크무 늬의 상의를 입을 때는 바지는 무늬 없 는 단색으로 고른다 .


# 깊음 · 적막으로 가득 채운 절집 다솔사 경남 사천의 매향비로 향하는 여정의 출발지 점을 다솔사로 잡는다 . 절집에 이런 표현이 맞 는지는 모르겠지만 , 천년고찰 다솔사는 ‘다부 진’ 절집이다 . 이름만 다솔 ( 多率 · 많은 군사를 다 스림 ) 이지 사실 절집은 자그마하다 . 규모를 보 겠다면 여기가 아니라 세계 최대의 목조 와불 이 있는 인근 백천사로 갈 일이다 . 다솔사에는 부처의 진신사리를 모셨다는 적 멸보궁이 있다 . 사천의 서예가 김정의 화려한 글씨를 편액으로 달고 있지만 , 적멸보궁은 봉 명산 작은 귀퉁이 한쪽만 소박하게 차지할 따 름이다 . 하지만 절집 건물의 배치는 야무지다 . 절집 앞의 커다란 삼나무와 측백나무 , 소나무 와 보궁의 뒤편 차밭까지 어우러져서 더 그렇 다 . 작음이 아니라 깊음이 , 말함이 아니라 침묵 이 공간을 채우고 있다 . 다솔사에 깃들어있는 건 차 ( 茶 ) 의 향기다 . 다 솔사를 창건한 연기조사나 의상대사 , 도선국사 등이 모두 이름난 차 애호가였다 . 가깝게는 대 처승 최범술이 있다 . 만해 한용운의 수제자였 던 그는 일제 강점기이던 1917 년 다솔사로 입 산한 뒤 항일 비밀결사단체 조직에 관여하고 일왕의 암살모의에 가담했으며 신채호의 유고 를 간행하기도 했다 . 해방 후에는 제헌 국회의 원에 당선됐고 해인사 주지를 역임했으며 말년 에 다솔사에 머물며 차를 연구했다 . 불교에서 지혜를 뜻하는 ‘반야 ( 般若 )’ 에다 ‘이슬 로 ( 露 )’ 자를 합쳐 ‘반야로’라는 전설적인 명차를 전수 한 것도 그였다 . 다솔사로 이어진 길은 차의 향기를 맡으러 가 는 길이다 . 차밭은 다솔사에도 있지만 , 남강을 끼고 평지에 펼쳐진 무려 49 만 5868 ㎡ (15 만 평 ) 의 국내 최대 녹차 단지의 차밭도 볼만하다 . 녹 차 단지에서 1001 번 지방도로를 따라 9 ㎞쯤 더 가면 티니 골프장 푯말이 나오는데 , 여기서 부터 서행을 하면서 주위를 살펴야 매향비를


놓치지 않는다 .

지고 없다 . 잘 관리가 되고 있으며 여적암으로 결과 색이 비슷하기 때문이 므로 그들은 ‘당대’를 포기한 것이었다 . 길 찾는 이들이 적잖다는 증거다 . 하지 다 . 매향비의 재질은 단단한 화강암이 기록에 따르면 고려말 왜구의 침략은

# 1000 년 뒤에 올 구원을 기다리다 … 여전히 정탐 중이었다 . 각설 만 말벌은 아니라 무른 퇴적암이다 . 짱짱하고 번 한 해 평균 스물일곱 번이나 됐다 . 한 매향비 하고… . 듯해야 할 빗돌에 새긴 글씨체는 또 어달에 두 번 이상 왜적의 약탈을 당한 사천의 매향비는 한 달 전쯤에도 들 사천 매향비는 높이 1.6m, 너비 1.3m 떤가 . 물 위에다 쓴 것처럼 획은 흐르셈이었다 . 그럼에도 그들은 1000 년 뒤 렸다 . 발길이 그쪽으로 향할 때마다 늘 의 부정형의 형태로 15 줄 202 자의 고 글 , 글씨의 크기도 일정치 않으며 행간 에나 도래할 구원을 믿었다 . 그날이 되 다시 보아두고 싶은 곳이 있다 . 매향비 이 음각된 비석이다 . 비석은 격식이 없 은 녹아내린 듯하다 .

면 1000 년 전의 자신들을 알아달라고 ,

가 꼭 그런 곳이다 . 한 달 전에는 비를 다 . 바로 옆에 있는 큰 바위를 툭 쳐서향나무를 묻고 매향비를 세워서 56 억 당시 사천의 인구보다 더 많은 4100 명 보호하기 위한 정자의 남쪽 지붕에 큼깬 뒤 그걸 빗돌로 사용했다는 얘기가7000 만 년이란 시간을 앞당긴대도 미의 의지로 매향비를 세운 것이었다 . 그 지막한 말벌집이 있었는데 지금은 치워 맞는 것처럼 보이는 건 , 재질이 같은 륵이 퇴 오는 건 1000 년 뒤의 일이다 . 들은 그러 누구나 맡을 수 있는 향기를 매개


로 개인의 해탈이 아닌 모두의 접신을듯 뒷짐을 지고 바다에 떠 있는 형상 꿈꿨다 . 모두를 구원하는 그런 향기의 이다 . 이들 섬은 육지에서 1 ㎞ 내외로 존재를 믿었던 것이었다 .

가까이 있지만 다리가 없어 배로만 다 닐 수 있다 .

# 각산의 높이 해안길의 너비 , 삼천포항에서 그리고 하루 네 차례 운행하 박재삼 는 도선을 이용하거나 섬 안에 있는 숙 사천 일대를 섬과 바다를 한눈에 담 소에 연락하면 어선이 택시처럼 와준 는 자리가 바로 각산이다 . 이른 아침다 , . 여기야말로 육지와 가장 가깝되 가 혹은 막 해가 진 뒤에 각산의 봉수대 장 적막한 풍경을 갖춘 섬이다 . 에서 내려다보는 삼천포대교 일대의실안해안과 함께 삼천포항 근처의 박 장쾌한 경관은 찬탄을 금치 못할 정 재삼 문학관도 들러 볼만한 곳이다 . 문 도다 . 이른 새벽 이마를 운무로 두르 학관은 노산공원에 있는데 , 그다지 볼 고 선 섬들이며 , 푸른 어둠이 내린 뒤건 없지만 생각의 실타래가 술술 풀릴 징검다리를 잇듯 섬과 섬을 건너는 다것만 같은 고즈넉함이 깃들어있다 . 시 리에 야간조명이 밝혀지는 모습이라 인 박재삼의 시에는 바다가 자주 등장 니… .

한다 . 그의 시는 삼천포의 바다에 가만

각산 바로 아래 실안 해안 길 한쪽은히 남은 듯하다 . “ 겨울 바다를 가며/ 물결이 출렁이고/배가 흔들리는 것에 지금 공사 중이다 . 조만간 각산과 늑도 사이를 잇는 해상 케이블카가 들어설만/어찌 정신을 다 쏟으랴 . /그 출렁임 모양이었다 ‘. 실안낙조길’이란 이름이 이 /그 흔들림이 /거세어서만이/천 붙여진 해안도로에서는 코앞에 떠 있길 바다 밑에서는 /산호가 찬란하게 는 저도 , 마도와 신섬을 마주 볼 수 있 /피어나고 있는 일이라 ! /사람이 살 다 . 섬들은 자맥질했다가 완전히 올라 아가는 그 어려운 길도/아득한 출렁 와 두 번 다시 자맥질할 마음이 없는 임 흔들림 밑에 /그것을 받쳐주는 / 슬프고도 아름다운 /노래가 마땅히 있는 일이라 ! /……다 그런 일이라 !” < 박재삼 시 ‘사람이 사는 길 밑에’ 전문 >


삼천포’다 . 사천의 벌리동 어디선가 ‘담긴 칠 숭어 갯장어 전어회 , 묵밥 , 편육과 찼다고 해서 돌문어로 별칭된 문어 , 그 천포’란 이름의 통술집이 성업 중이라신김치 조금 , 대합탕 , 피조개인 줄 알았 리고 전어다 . 전어는 찬바람 부는 가을 는데 말만 듣고 가보지는 못했다 .

던 큰 꼬막 , 갑오징어 새끼를 먹통이라 부터 구경할 수 있다고 알려진 생선이

삼천포항과 삼천포 버스터미널 사이 칭하는 것은 몰랐는데 그 먹통 데침 , 지만 델 , 팔포 매립지 일원에서 열리는 전 반경 5 ㎞ 이내에는 줄잡아 100 여 개가 라웨어 품종의 미니포도 반 송이와 배어축제는 지난달 말에 진즉 끝났다 . ‘ 전 넘는 통술집이 있다 . 거의 모든 집이 두 10쪽의 디저트… . 실은 서울에서 유명 어 굽는 냄새에 집 나간 며느리도 돌아 개 미만의 테이블에 ‘실비’ 혹은 ‘다찌’한 안개실비 ( 간판이 내려지고 백반집 온다’는데 , 아예 며느리가 집을 나갈 틈 # 삼천포 회 맛의 비밀이 바다에 있다 도 없이 전어가 나온 것이었다 . 다찌는 일본말이다 . 실비는 중국식 의 표 간판으로 영업을 한다 . 그 수가 증간판이 들어섰다 ) 와 바로 붙어있는 옆 집 , 주인아주머니가 몸이 약해 가끔 문 혹서 때문일까 . 삼천포의 전어는 아직 현이고 가장 알맞은 표기는 통술집이 명하듯 삼천포에 갔다면 먹거리는 절 을 열지 않는 ‘만포실비’의 청갓 넣어 담 대 ’포기할 수 없는 일이다 . 사천 갯것의 은 풍어라고는 할 수 없다 . 지난 17 일 다 . 통술집은 소주건 맥주건 술만 ‘기본 근 열무김치가 먹고 싶었지만 재료가 경매가는 10kg 에 23 만 ~30 만 원 선 , 예 으로 시키면 주인 마음대로 한 상 가 맛은 남해의 센 물살이 만들어낸다 . 섬 사이를 휘도는 거센 물살이 갯것들을 떨어져서 이날은 입장 불가였다 . 년에 비하면 40% 정도 비싸다 . 태풍으 득 갯것 안주를 차려내는 술집이다 . 이 # 며느리 , 집 나갈 틈도 없이 전어가 왔다 바다가 뒤집어져야 쏟아져 키워내 담백하고도 기름 로 한바탕 름에 대한 얘기가 나와서 하는 말인데탱글탱글하게 , 행정구역 개편과 지명을 두고 가장 논진 회 맛을 보장해 준다는 얘기다 .

이왕 상호가 나온 김에 동네 사람들 나올 것이라는 게 어부들의 얘기였다 .

전어는 제철에 야들야들한 기름이 오 란이 뜨거웠던 곳 중이 바로 이곳 사천사람들이 자주 가는 통술집의 기본이 자주 가는 통술집을 꼽아보자 . 앞서 2 인 기준 소주 3 병 5 만 원이다 기웃댄 . 광명다찌와 만포실비 외에 송 르면 뼈가 순해진다 . 어시장의 좌판에 이었다 . ‘ 삼천포’란 지명이 ‘사천시’로단위는 빨 , 아지 새끼손톱보다 작은 위와 쓸개만 따 려 들어갔을 때 삼천포 주민들의 상실소주는 한 병씩 일일이 가져다주지 않학 , 명품 , 만남 , 2 층에 있는 비엔나서 얼음을 큰 대야에 가득 채운 뒤 대 투 , 연정 , 만남실비 등이 있다 . 모두 로기몰래 모아 밤젓 재료로 추리는 손 감은 이만저만이 아니었다 . 당시의고얘 충 6∼7 병을 꽂아 식탁 옆에 놓아둔다 빠른 칼잡이가 있다면 , 전어도 아주 맛 본 .빼고 소주 한 병에 1 만 원이 아깝지 기는 TV 드라마 ‘응답하라 1994’ 에도 다음은 참고로 저녁에 간 통술집 ‘광명않은 집들이다 . 다들 물고기가 많이 잡 있게 회 쳐내니 유심히 살펴볼 일이다 . 나온다 . 인상적이었던 주인공의 대사 다찌’에서 동네 지인과 둘이 소주를 한히는 철이라면 오후 6 시를 넘겨서딱자그런 이가 썰어내는 횟집이었다 . 자 한 대목 . “ 사천시도 일리가 있고 삼천포 시도 일리가 있으니까 둘을 합쳐서 칠병 더 먹어서 6 만 원에 맛본 것들이다리. 잡기가 어려운 곳들인데 요즈음은 연산 광어를 4 만 원에 사고 , 곁들여 전 천포 , 어떻습니까 .”

문어다리 조림 , 생고구마와 찐 피땅콩 날씨도 , , 경기도 예전 같지 않다고 했다 어를 . 1 만 원어치 주문한 중년 부부는

바닷장어 조림 , 소라 , 서실이라 불리는 삼천포에 갔다면 반드시 먹어야 하는연신 “우야된 기 ( 어떻게 된 게 ) 전어가 행정구역으로는 사천시라 불러야 하 톳과 수산물을 꼽는다면 , 갯장어 , 맛이더꽉맛있노”라고 감탄했다 . 지만 , 온정과 애환을 담아서는 아직도 ‘ 해초 , 청각 , 작은 접시에 모둠으로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멘토 (Mentor) 라는 말의 기원은 그리스 신화 생활을 하고 있지않았을까 " 하는 생각이 지배적 다 . 다만 , 우리에게 어려운 일이 생기면두분의 장 이다 .

이다 .

로님 , 두분의 권사님들에게 그 일을 의논하고 함

고대 그리스의 이타이카 왕국의 왕인 오디세가지고온 돈도 있었겠다 , 렌트가 아닌 작은 께 집 고민해주시는 고마운 분들이 계신다 . 우스가 트로이 전쟁을 떠나며 , 자신의 아들인 을 샀더라면 , 현금주고 차를 살게 아니라 신용 그분들이야 말로 , 황혼기를 잘 이끌어 가는 우 텔레마코스를 보살펴 달라고 한 친구에게 맡겼 카드로 샀다면 더 빨리 신용점수를 올려 비지리의 멘토이시다 . 는데 , 그 친구의 이름이 바로 멘토였다 .

니스도 빨리 시작했을것이고 ,,,,, 하지만 , 이런생각 늦게 만난 만큼 , 우리부부는 그분들과 많은 이

그는 오딧세이가 전쟁에서 돌아오기까지 텔레 은 이런 결과는 내가 내 판단만 믿고 남에게 의 야기를 하려고 시간을 많이 내고있으며 그분 들은 이런 우리마음을 아시므로 함께 하는시 마코스의 친구 , 선생님 , 상담자 , 때로는 아버지 논하지 못한 ( 터놓고 이야기 하지못하는 ) 잘못 가 되어 그를 잘 돌보아 주었다 .

이 훨씬 큰것이라 생각한다 .

간을 즐거워 하신다 .

그 후 멘토라는 그의 이름은 " 지혜와 신뢰로우리 나이 50 이넘고 인생 얼추 반백년 살았다 멀리 , 멀리 , 떨어져 사는 언니 , 오빠보다 더 깊이 한 사람의 인생을 이끌어 주는 지도자 " 라는고의말은 하면서 잘 살았냐는 질문엔 확신이 없 있는 만남이 아닐까 생각한다 . 미로 사용되었다고 한다 .

는것이 사실이다 .

지금보다 더 시간이 흐른 후에 우리에게도 신

이글을 읽으며 나에게도 나를이끌어 주는 멘누군가에게 멘토를 할 처지도 못되는것 같고앙에 , 대해 , 인생에 대해 의논해오는 인생의 후 토가 있으면 열마나 좋을까 " 를 생각하게 되었 겨우 음식에 관한 것을 물으면 하는과정을 설배들이 있을까 하는 의문을 가져본다 . 다.

명해 주는 정도이다 .

그러기위해 나는 지금 무엇을 하며 삶을 살

아야할까 . 이민을 와서 이곳 미국생활에 대해 우리에게신앙생활도 누군가 함께 길잡이가되어 서로 조언을 해주거나 이끌어 주는 사람이 있었다면 를 잘 이끌어 주면 동역자로 함께 할수있을텐 나를 , 이끄는분이 누구신가를 확실이 알고 , 그 우린 아마 지금 보다 더 안정된 삶과여유로운 데 우린 그런 동역자를 만나지 못한게 사실이분만을 따르는것이 정답일것같다 ,


우상호 " 金 , 청와대 하수인인가 "

박범계 의원도 라디오 인터뷰에서 " 김

의원은 30 일 국회에서 열린 당 의원총

의원이 의혹을 제기하며 제시한 자료

회에서 예정에 없던 발언을 신청했다 .

는 수사 기밀에 해당하는 것으로 보인

김 의원은 전날에 이어 본지 송희영

다 " 며 " 김 의원 스스로 입수 경위를 명

전 주필의 대우조선해양 초청 출장 관

백히 밝혀야 한다 " 고 했다 .

련 의혹을 다시 거론하며 "( 의혹 제기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은

에 동원된 ) 자료의 출처를 정 밝히라

불공정 수사 의혹을 제기했다 . 박 비대

면 못 밝힐 이유가 없다 " 면서도 " 기자

위원장은 이날 당 회의에서 " 이석수 특

들은 취재원을 밝히느냐 . ( 출처를 ) 밝히

별감찰관은 옷을 벗고 수사를 받는데

면 저에게 정보 준 사람은 어떻게 되느

우 수석은 철갑을 두르고 수사를 받고

냐 . 제가 불이익 받고 가는 게 나을 것

있다 " 며 " 우 수석이 황제 수사를 받고

같다 " 고 말했다 . 그러면서 " 저를 이석

감찰 방해 의혹에 대한 철저한 수사도

수 ( 특별감찰관 ) 처럼 비슷하게 끌고 가

없다면 국민은 이번 수사를 검찰 역사

려는 모양인데 적어도 수사팀에서 ( 관 그냥 얘기하면 할 수 있는 것 아닌가 "이 이런 식으로 언론과의 문제에 개입에 남을 가장 불공정한 수사로 기억할 련 자료를 ) 받은 것은 아니다 " 고 말했 라고 했다 .

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보고 대응하수밖에 없다 " 고 했다 .

다 . 이런 발언에 일부 강성 ( 强性 ) 친박 새누리당에서도 우 수석 사퇴 주장이 김 의원은 이 같은 발언에도 의총장 지 않은 것 " 이라고 했다 . 이런 김 의원 의원이 박수를 치기도 했지만 거의 대에 있는 의원들로부터 별 호응이 없자에 대해 야권 ( 野圈 ) 에서는 폭로 '이어졌다 배후 ' . 김무성 의원은 이날 국회에 부분 의원은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 그 서 기자들과 만나 " 우 수석은 하루라 의총 뒤에 별도의 보도자료를 내고 "(에 대한 의혹이 제기됐다 . 우상호 원내 러자 김 의원은 당 차원의 ' 지원사격 출처가 '도 빨리 사퇴해야 한다 " 며 " 그래서 대 ) 청와대 , 검 · 경 , 국정원은 대표는 아니라 " 만일 사정기관 · 정보기관 ·도 산하 요청했다 .

는 것을 분명히 밝힌다 " 고 했다 .

통령을 구해야 한다 " 고 했다 . 이혜훈 의 기관을 압박해 받은 자료라면 , 그리고

" 야당의 논평 , 성명은 계속 나오는데 원은 라디오 인터뷰에서 "( 우 수석 사 김 의원은 의총이 끝난 후 당 지도부 그것이 청와대가 제공한 것이라면 그것 우리 당은 너무 점잖으신 것 아닌가 그를 찾아가 " 도와달라 " 는 취지의 메시지 은 국회의원으로서 자존감을 버린 그 퇴 문제를 ) 추석 전에 정리했으면 한다 " 런 생각이 든다 " 며 " 같이 고생하자는 며 " 수사의 형평성 측면에서 이 특별감 를 전달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 하지만 야말로 하수인으로 전락한 것 " 이라며 것은 아니지만 너무들 점잖게 지키고 새누리당은 이날도 김 의원의 폭로에 " 같은 국회의원으로서치욕스러웠다 " 찰관이 사표를 냈는데 우 수석이 사퇴 있으니까 만날 좀 그렇다 . 저 혼자만 호응하는 마 공식 발언이나 논평을 내지 고 했다 .

를 안 하는 건 모양상 상식적으로 보이

치 무슨 총대 메고 하는 것처럼 되는데않았다 . 당 고위 관계자는 " 여당 의원 지 않는다 " 고 했다 .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더민주 간사인 추진위가 마련한 보완 방안은 체포 동의안이 본회의에 보고된 뒤 24 시 간 이후 72 시간 이내에 처리되지 않 으면 바로 다음 개의하는 본회의에 자동 상정해서 표결하도록 하는 것 이 골자다 . 현행 국회법에는 체포동의안이 본회 의에 보고되면 24~72 시간 이내에 표 체 소극적인 태도로 번번이 법제화 20 대 국회 출범 직후부터 정치권에원 특권 내려놓기 추진위원회 ' 에서 들의 결하게 돼 있다 . 그러나 이 시간 내에 표결 절차의 보완 방안을 되지 못했다 . 하지만 여야 ( 與野 ) 가 20 서 논의된 ' 국회의원 불체포특권 포동의안 ' 포 표결하지 않는 경우에 대한 별도 규 사실상 확정했다 " 며 " 이번 9 월 대 정기 국회 들어 ' 국회의원 특권 내려놓 기 방안이 국회의장 차원에서 마련 정이 없어서 시간이 지나면 체포동의 기 차원 ' 에서 불체포특권 포기 추진안은 관례적으로 폐기돼왔다 . 국회의 돼 다음 달부터 본격적인 입법 절차 국회에서 이를 반영한 국회법 개정안 가 진행된다 .

이 처리될 것 " 이라고 했다 .

을 공개적으로 논의해온 만큼 이번에 원들은 그동안 이를 악용해 본회의를

는 국회 통과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연 채 72 시간을 버티는 이른바 ' 방탄 국회 관계자는 30 일 본지 통화에서국회의원 불체포특권 포기는 그동 안 매 국회 때마다 논의됐으나 의원 정치권은 전망하고 있다 . " 국회의장 직속 자문 기구인 ' 국회의

국회 ' 를 열어왔다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와 국민의 한 식당에서 부산고 33 기 동기들을 되게 중 · 장기적 계획을 세워야 한다 "의당이 고 존립할 수 없다는 논리와 크게 의당 안철수 의원이 30 일 나란히 부산 만났다 . 을 찾았다 .

했다 . 안 의원은 문재인 전 대표가 " 다를 내 바 없다 " 고 했다 . 또 더민주 추미

부산이 고향인 안 의원은 기자간담회년 대선을 앞두고 야권 단일화가 자연애 신임 대표가 전당대회 과정에서 '3

문 전 대표는 이날 더민주 부산시당 에서 " 부산 경제는 30 년 사이 속된 표 스럽게 이뤄질 것 " 이라고 말했다는 언 자 대결에서도 충분히 이길 수 있다 ' 고 주최로 낙동강 통합물관리센터에서 열 현으로 쪼그라들었다 " 며 " 하지만 망망 론 보도에 대해 " 야권이 분열되면 안말한 된 것과 관련해서 " 정치인들이 3 자 린 ' 녹조 현장 방문 행사 ' 에 참석해 대해에 "낙 주눅 들지 않고 용기 있게 새 길 다는 것은 아주 옛날 생각으로 분석하대결에서 자신 있다고 하는 것은 건방 동강은 4 급수 , 5 급수를 상수 원수 을( 찾는 原 ' 부산 정신 ' 이 부산을 우리나라 는 것 " 이라고 했다 .

진 표현 " 이라면서 " 열심히 ( 비전을 ) 말

水 ) 로 사용하고 있다 " 며 " 낙동강 유역 에서 가장 새 문물에 열려 있는 곳으로3 자 구도로는 대선 승리가 어렵다는씀드려 겸허하게 국민의 심판을 받아 주민들도 서울 시민들과 마찬가지로 깨 만들었다 . 부산이 동북아 물류 중심이 지적에 대해서도 " 소선거구제에서 국민 야 한다 " 고 했다 . 끗한 수돗물을 마실 권리가 있다 " 고 말 했다 . 문 전 대표는 4 대강 사업으로 건 설된 보 ( 洑 ) 를 수질 악화 원인으로 꼽

이 만남은 지난 19 일 김 전 총리가

으며 "4 대강 보가 우리 낙동강 취수에

집을 찾은 박 위원장에게 제안했고 ,

도움이 되는지 , 철거까지도 강구해봐

안 의원이 " 말씀을 듣고 싶다 " 고 하

야 하는 것인지 검토할 필요가 있다 " 고

면서 이뤄졌다 . 당시 김 전 총리는 박

말했다 . 이날 행사에는 최인호 최고위

위원장을 배웅하며 " 셋이 함께 냉면

원 ( 부 산시당위원장 박재호 ), · 전재수 · 민

을 먹자 " 고 했다 . 안 의원이 야권의

홍철 의원 등 부산 · 경남 지역 더민주 의

유력 대선 주자이고 김 전 총리는 충

원들과 지역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

청권 정치의 ' 대부 ( 代父 )' 라는 점에서

앞서 문 전 대표는 이날 오전 경남 양

이번 만남에 대한 정치권 안팎의 관

산의 통도사를 방문했다 . 통도사의 방

심이 높다 . 안 의원의 한 측근은 " 김

장 원명 스님은 문 전 대표에게 " 우리

전 총리가 한국 정치의 큰 어르신 중

나라 젊은이들 참으로 걱정이다 . 이북

한 분인 만큼 내년 대선 관련한 여러

( 북한 ) 이 저렇게 난리 ( 핵개발 ) 인데 " 라고

실질적 조언을 해주실 거라고 기대하

했고 , 문 전 대표는 이에 " 사드 ( 고고도

고 있다 " 고 했다 . 정치권에선 특히 김

미사일 방어 체계 ) 배치는 최후의 수단

전 총리가 과거 우리 정치권에서 ' 제

이지 최선이 아니다 " 고 말한 것으로 알

3 당 ' 으로서 역할을 많이 해왔던 데

려졌다 .

주목하고 있다 . 김영삼 전 대통령과

안철수 의원도 이날 부산에서 열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의원이 김종필 전사람과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 3 당 합당을 통해 정권을 창출했고 ,

당 전국 여성위원회 워크숍에서 강연 국무총리와 오는 9 일 ' 냉면 만남 내대표는 이날 서울 시내 한 호텔 식김대중 전 대통령과는 DJP 연합으로 '을 하고 영남 지역 기자간담회 , 지역위원 당에서 점심을 겸해 만날 예정이다 정권 . 갖는다 . 31 일 국민의당에 따르면 두 교체를 만들어냈다 . 장 간담회에 참석했다 . 저녁에는 부산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58·4 선 · 대구 수

김 의원 측 관계자는 본지 통화에서 "

성갑 ) 의원이 30 일 " 당권 불출마 선언

친문계 지지를 받아 추미애 대표가 당

이후 대선 경선 출마를 준비해 왔다 . 저

선된 이번 전당대회의 대의원 투표율

는 멈추지 않을 것 " 이라며 대선 경선

은 59% 밖에 되지 않았다 " 며 "' 친문 대

출마를 선언했다 . 김 의원이 대선 출마

세론 ' 은 거품 " 이라고 했다 . 이 관계자

입장을 명확히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

는 " 과거 민주당 대의원들의 투표율은

이다 . 지난 27 일 전당대회 결과 ' 친문 (

75~80% 에 달했다 . 이번 전대 때는 뻔

親文 )' 지도부가 들어서고 , 당 안팎에서

한 결과를 예상한 대의원들이 투표장

" 대선 후보는 결국 문재인 " 이라는 ' 문재

에 오지 않은 것 " 이라며 " 친문 대세론

인 대세론 ' 이 부상 ( 浮上 ) 하자 이에 대응

을 벌써부터 기정사실화하면 안 된다 "

하기 위해 나선 것으로 보인다 .

고 했다 . 김 의원이 이날 사실상 대선

김 의원은 이날 본지 인터뷰에서 "' 문 선언한 것을 두고 정치권에서 난 셈 아니냐 ( 는 말이 돌고 있다 )" 며 그러나 " 중도 성향의 김 의원은 ' 친박출마를 ( 재인 대세론 ' 을 깨겠다 " 며 " 과거 대선 대선경선 결과까지 이미 정해진 듯이親朴 )· 친문 ( 親文 )' 을 제외한 비주류 는 대선 정 후보에 대한 1 차 품평이 이뤄 경험이 있는 인사들과 국가 정책을 운말하는 것은 지나친 예단 " 이라고 썼다 지는 ' 추석 밥상 ' 에 자신의 이름을 올 치. 세력이 새누리당과 더민주 외곽에 용해 본 사람들을 두루 만나며 좋은 충그는 " 대세론은 무난한 패배의 다른 서 리기 이 경쟁하자는 ' 제 3 지대론 ' 에는 불참 의 위해 선수 ( 先手 ) 를 쳤다는 분석 고를 듣고 있다 " 고 했다 . 김 의원은 름 "역 나온다 . " 이라며 "( 대선 경선은 ) 치열해야 사를 한 밝혔다 . 김 의원은 " 소위 ' 제 3도지대 동성을 살릴 수 있는 대선 경선을 마련다 . 감동적이어야 한다 . 평이하게 가면 김 의원은 최근 자신의 외곽 단체인 ' 론 ' 은 관심 없다 . 여기서 안 되면 저기 해 달라고 추미애 대표의 새 지도부에호남을 설득하지도 중간층을 끌어오지 새희망포럼 ( 대표 설훈 의원 )' 을 주축으 가고 , 저기서 안 되면 또 다른 데로 가 요청하고 싶다 " 며 " 경선 규칙에 따라 도 (못한다 " 고 했다 .

로 전국의 지역 조직을 닦는 데 공을 는 게 무슨 제 3 지대냐 " 며 " 저는 당내에

결선 결과는 ) 얼마든지 다양성이 보장당 일각에서는 문재인 전 대표의 독주 서 싸우겠다 " 고 했다 .

들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 한 핵심 측근

될 수 있다 . 국민에게도 더민주 대선 에 후 대해 " 대세론에 안주해 당내 경선에 은 "' 새희망포럼 ' 은 사실상 김부겸 대선 김 의원은 노무현 정부 출범 초기인 보가 벌써 결정된 것이 아니라고 말씀서 무난히 이기고 정작 험난한 본선에2003 년 야당이던 한나라당을 탈당해캠프의 맹아 ( 萌芽 )" 라며 " 수백 명의 자 드리고 싶다 " 고 했다 .

문 교수 그룹도 꾸준히 만나오고 있다 " 서 질 수 있다 " 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열린우리당으로 . 당적을 옮겼다 . 당시

김 의원은 페이스북에 ' 민주당의 생명 고 했다 . 경제 · 통상 전문인 A 교수가 자 친문계가 이번 당 대표 선거에 힘을 너함께 탈당한 의원 4 명과 함께 ' 독수리 은 역동성과 다양성 ' 이라는 글을 올리 무 썼다는 의미에서 " 닭 잡는 데 소 잡 5 형제 ' 로 불린 김 의원은 야권 ( 野圈문단 ) 에 좌장을 맡아 내년 대선 캠프의 정 고 "' 친문당 ' 이 되었으니 대선 경선도 는끝 칼을 썼다 " 는 말도 나온다 .

서 정체성 시비를 받기도 했다 .

책단을 이끌 것으로 알려졌다 .


가 결정할 문제도 아니라고 생각한다 "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의 인사청문회가 파행으로 얼룩졌다 .

고 답했다 .

31 일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조 후보자는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

의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

해서는 " 종합적인 면을 고려한 고심에

자의 인사청문회는 새누리당의 불참으

찬 결정이 아니었나 생각하고 있다 " 고

로 예정 시각보다 1 시간여 늦게 시작했

말했다 .

지만 40 여분간 고성과 삿대질만 오고

조 후보자는 5·16 에 대한 평가를 묻는 질문에 " 제가 그런 평가를 할 만큼 공

가다 결국 파행했다 . 청문회 파행은 새누리당이 추경안 처

부가 돼 있지 않다 " 면서 " 저는 5·16 공

리를 앞두고 지난 29 일 야당이 교문

과에 대해선 아직도 역사적 평가가 진

위 소관 추경안 ( 시도 교육채 상환 예산

행돼야 한다 ( 고 생각한다 )" 고 답변했다 . 이어 " 대법원과 헌법재판소에서 군사

6000 억 원 ) 을 단독 표결처리 한 것에 대해 ' 법률적 위법성 ' 을 문제 삼으면서

정변이라 표기된 것을 알고 있다 " 고 했

시작됐다 .

다 . 조 후보자는 최근 정치권의 건국절 논란에 대해 " 건국이라는 용어는 여러

헌법 57 조는 ' 국회는 정부 동의 없이 정부가 제출한 지출예산 각항의 금액

면으로 사용돼왔다 " 면서 " 건국이라는

을 증가하거나 새 비목을 설치할 수 없

용어를 쓴다고 우리가 임시정부의 법

다 ' 고 규정하고 있다 .

통을 경시하는 것은 아니다 " 라고 말했 다.

새누리당은 청문회에 앞서 이에 대한 해명이 제대로 이뤄져야 한다며 유성

조 후보자는 ' 대한민국은 임시정부를

엽 교문위원장 ( 국민의당 ) 의 사퇴를 요

통해 잉태되고 1948 년 8 월 15 일 탄생했

구했다 . 그러나 야당은 이미 50 분가량 조윤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한일 위안부다 ' 는 한 칼럼의 구절을 인용하면서 " 기다린 상황에서 청문회를 빨리 진행 가 위안부 소녀상 철거에 동의하지 않 합의 이후 일본의 소녀상 철거 요구가역사지식이 깊지 않은 저도 마음에 와 해야 한다고 반발했다 .

는다고 밝혔다 .

나오고 있는 것과 관련해 철거에 동의닿았다 " 며 " 건국절 문제는 국회에서 국

함께 논의해줄 문제라 생각한 특히 마주 앉은 두 여성 의원들의 공 조 후보자는 31 일 국회 교육문화체 하느냐”고 묻자 " 제 개인적으로는 민의견과 (소 방이 극에 달했다 .

" 고 답했다 . 육관광위원회의 인사청문회에서 안민 녀상 철거에 ) 동의하지 않고 , 또 다 정부

이은재 새누리당 의원은 " 합의정신을 지켜야죠 . 유성엽 위원장 사퇴하시라 ! 사퇴하시라고요 사퇴하세요 ! !위원장 이 그게 할일이야 " 라고 목소리를 높였 다 . 또 이 의원은 야당 의원들을 향해서 " 멍텅구리들 " 이라고 발언하기도 했다 . 그러자 손혜원 더민주 의원은 " 닥쳐 , 닥치세요 ! 그 역할하러 들어오셨죠 ?" 라 고 말했고 , 일순간 여당은 손 의원에게 " 닥치라니요 ? 지금 . 그게 무슨 말이에 요 ?" 라고 공방이 이어졌다 . 새누리당은 유 위원장의 소속 정당인 국민의당 안철수 전 상임공동대표에게 화살을 돌렸다 . 교문위 소속인 안 전 대 표에게 이장우 새누리당 의원은 " 위원 장님 이게 새로운 정치에요 ? 새정치냐 고요 ! 안철수 대표님 , 말 좀 해보세요 " 라고 소리를 질렀다 . 이에 신동근 더민 주 의원은 " 왜 엉뚱한 사람에게 소리를 치고 그래요 ?" 라고 맞섰다 . 안 전 대표는 얼굴을 붉히면서도 애써 미소를 지으며 침묵을 지켰다 .

청와대로부터 우병우 청와대 민정한 특별감찰관실 관계자는 “압수수 수석 감찰 내용을 유출했다는 공격 색을 받는 상황에서는 정상적 직무 을 받아온 이석수 특별감찰관이 29수행이 불가능하다는 판단 때문에 일 사표를 제출했다 .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이 특별감찰관은 검찰의 압수수색 전했다 . 이 실시되자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일각에서는 “검찰 수사 대상에 오 전해졌다 .

른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이 여전

이 특별감찰관은 이날 오후 퇴근길히 물러나지 않고 버티고 있는 상황 에 “오늘 자리에서 물러나게 됐다 . 에서 특 이 수석 수사를 검찰에 의뢰한 별감찰관이라는 자리를 감당하기엔 이 특별감찰관이 먼저 직을 던짐으 부족한 점이 많았다”고 밝혔다 . 그는 로써 우 수석도 사퇴하고 자연인 상 이어 “이 자리를 계속 유지하는 것이태에서 수사를 받으라는 압박을 가 적절한 게 아니라고 생각했다”며 “검하는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왔다 . 찰 수사도 앞두고 있는데 일반 시민 당장 이 특별감찰관이 사퇴하자 야 입장에서 봐도 그렇고 , 여러가지로 당에서는 우 수석 사퇴 요구가 터져 도와줘 감사하다”고 했다 .

나왔다 .


장 ( 성주 CC), 금수면 염속봉산 , 수륜면 와는 7 ㎞ 떨어져 있다 .

에 별도의 매입 비용이나 행정적 절차

까치산 등이다 . 이 가운데 국방부 자체 이에 김천에서도 사드배치반대투쟁위 가 복잡하지 않았지만 성주골프장의 , 조사 결과 ' 부적합 판정 ' 을 받은 염속봉 원회가 꾸려졌고 , 반대 시위도 격화되 경우 사유지인 만큼 정부가 이를 매입 산 , 까치산 2 곳을 제외하면 성주골프장 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 김천투쟁위는 한 뒤 용도변경 등 행정 절차를 거쳐 이 유력하다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 오는 1 일에는 서울 용산구 국방부 앞미군 측에 공여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 성주골프장은 해발 680m 로 기존

에서 사드 철회를 요구하는 반대 집회 이와 관련 정부가 성주골프장 부지를

후보지인 성산포대 ( 해발 383m) 보다 를 가질 예정이다 .

전부 매입하는 데 막대한 예산이 드는

300m 가량 높은 곳에 위치해있다 . 산김천 시민들의 양해를 구한다 해도 부 만큼 , 부분 매입 가능성과 함께 토지 맞 주한미군 사드 (THAAD· 고고도미사정상에 가깝지만 골프장 부지여서 경 지 매입 비용과 절차 등이 남아 있다 .교환 방식 가능성도 제기된다 . 일방어체계 ) 배치 부지를 놓고 한 사가 · 미 심하지 않고 평지에 가깝다 .

성주골프장 부지 시세는 정확하게 알 토지 맞교환은 국유지 · 군유지 등을

공동실무단이 경북 성주군 내 다른 후 성산포대 면적 (11 만 6584 ㎡ ) 보다려지지 15 배 않고 있으나 , 롯데가 지난 2008 사유지와 교환하는 것으로 비용이나 보지 3 곳에 대한 평가 작업에 돌입했지 이상 넓은 178 만㎡로 , 이 중 96 만㎡가 년 말 ~2009 년 700 억원대에 골프장을 절차적인 측면에서 상대적으로 수월한 만 , 지역 주민 반발과 부지 매입 비용골프장이고 · 나머지 82 만㎡는 임야로 인수했고 현재 시세는 최소 1,000 억원 계약 방식이다 . 성주골프장을 기존의 절차 등 넘어야 할 산이 여전히 많다 알려져 있다 . 더 높고 넓은 데다 평평하 이상일 것이라는 게 업계 관계자들의 다른 국유지나 성주군이 보유하고 있 는 지적이다 .

기 때문에 군사 시설이 들어오기에 적평가다 . 당장 예산 문제가 제기될 수밖 는 토지 등과 교환할 수 있다는 것이다 .

31 일 국방부 등에 따르면 한 · 미 공동 합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

에 없고 , 국가 재정이 투입되는 문제이 다만 이 경우 롯데 측이 어느 정도 손

실무단은 지난 29 일부터 성주군 내 다그러나 인근 김천 지역 주민들의 반발 기에 국회 동의를 얻어야 한다는 지적해를 볼 수 있다 . 이로 인해 검찰 수사 른 후보지 3 곳에 대한 현장실사 등 부이 거세다 . 성주골프장은 북서쪽으로는 도 나온다 .

와 경영권 분쟁 등으로 내우외환을 겪

지 가용성 평가를 진행 중이다 . 이들 김천시 후 농소면 · 남면 등과 1.5~5 ㎞ 정도 부지 매입 절차 역시 간단치 않다 . 성 고 있는 롯데그룹이 갈수록 난처한 상 보지는 초전면 롯데스카이힐 성주골프 떨어져 있고 , 김천시 율곡동 혁신도시 산포대의 경우에는 군 소유였기 때문 황에 몰리고 있다는 분석이 많다 .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오승환이 1 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 게 괜찮다는 제스처를 취했다 . 낸 데 이어 시즌 4 번째 승리까지 달성이런 오승환의 끄떡없는 모습에 현지 했다 .

중계진도 안도하며 웃음을 지어 보였

오승환은 8 월 31 일 ( 이하 한국시간 다). 밀 러 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워스와 현지 해설진은 “오승환 선수 체크를 의 원정 3 연전 2 번째 경기에 9 회 해야 말하겠습니다 , . 글러브로 공을 잡으 1-1 로 맞선 상황에서 등판했다 .

려 했지만 가슴에 맞았습니다 ! 오승환 ,

이날 오승환은 첫 타자와 두 번째 타감정 표시가 전혀 없네요 . 아픈 티도 자를 각각 우익수 뜬 공과 삼진으로 아 안 냅니다 " "‘ 돌부처’잖아요” 라며 오승 웃카운트 2 개를 잡으며 기분 좋은 출환의 건강한 상태를 전했다 . 발을 보였다 . 그러나 이어 2 피안타를 또한 오승환은 이날 2 개의 탈삼진을 내리 허용하며 2 사 2, 3 루의 위기를추가 맞 , 메이저리그 통산 90 번째 탈삼진 긴 했지만 오승환은 마지막 타자 카터을 기록하며 시즌 4 번째 승리와 함께 를 삼진으로 처리하며 1 이닝을 무실점 기분 좋은 기록을 안고 경기를 마무리 으로 막아냈다 . 결국 10 회 초 그리척의 했다 . 오승환은 이번 시즌 4 승 2 패 14 적시타로 세인트루이스가 연장 끝 승세이브 90 탈삼진 평균자책 1.70 을 기 리를 거두며 오승환도 이번 시즌 4 번록하게 됐다 . 째 승리를 달성하게 됐다 . 결과적으로 1 이닝 2 탈삼진 무실점의 좋은 내용으로 경기를 끝마치긴 했지 “ 오승환이 마운드에 올랐습니다 . 1 차 만 오승환은 경기 도중 아찔한 장면을전에서는 세이브를 올렸죠 소콜로비치 연출하기도 했다 .

는 승리투수가 됐습니다 . 이번이 66 번

2 아웃 주자 없는 상황에서 맞이한 브 째 등판입니다 . 경기전까지 평균자책 론과의 대결에서 오승환은 브론에게 1.72 2 네요” 구를 타격 당했다 . 그리고 이 타구는 “ 신인왕 가능성이 좀 낮을 수는 있어 바운드 후 오승환에게 빠르게 날아왔도 분명 후보에는 들어야 한다고 생각 다.

합니다 . 지당한 말씀입니다”

오승환은 이를 잡기 위해 글러브를 뻗“ 아시아는 이미 평정했죠 . 한국에서 었지만 타구는 빠르게 오승환의 가슴역대 최다 통산 세이브를 기록 중입니 을 맞췄고 , 이는 굴절되며 내야안타로 다 . 지난 2 년간 일본에서 뛰었습니다 기록됐다 .

각 해 39, 41 세이브를 올렸죠 . 메이저

타구 속도가 제법 빨랐기에 오승환의리그에와서 정말 훌륭한 활약을 펼치 몸 상태가 걱정되는 상황이었다 . 그러 고 있습니다 . 마무리 투수까지 꿰찼습 나 오승환은 아무렇지 않은 듯 웃음을니다 . 정말 훌륭한 활약입니다 . 게다가 지어 보였고 , 마운드로 올라온 코치에 엄청난 내구성도 자랑하고 있습니다”


전 · 면 · 광 · 고


타격 기계는 쉴 틈 없이 돌아간다 . 박 을 하는 볼티모어 타자들 사이에서 정 병호 (30· 미네소타강정호 ), (29· 피츠버교한 타격을 하는 김현수의 희소가치 그 ) 등 코리안 빅리거들이 부상과 가 부상대적으로 높아진 것”이라고 설명 진의 늪에 빠지면서 ‘아이언맨’ 김현수했다 . 볼티모어는 올 시즌 팀 홈런에서 (28· 볼티모어 · 사진 ) 의 선전이 더욱205 빛을개로 30 개 구단 중 1 위인 반면 팀 발하고 있다 . 올 시즌 메이저리그에서 타율에서는 0.261 로 전체 11 위다 . 한 뛰었던 6 명의 한국인 타자 중 꾸준히시즌에 162 경기를 치르는 장기 레이 경기에 출전하는 선수는 김현수뿐이스에서 큰 부상을 입거나 긴 슬럼프에 다 . 시즌 전 마이너리그 거부권을 써야 빠지지 않았다는 점도 김현수의 강점 했을 정도로 팀 내 입지가 위태로웠던이다 . 김현수는 지난달 한때 햄스트링 것을 생각하면 놀랄 만한 변화다 .

부상으로 15 일짜리 부상자명단 (DL) 에

김현수의 달라진 입지는 누적된 기포함됐던 것을 제외하면 전력에서 이탈 록에서 볼 수 있다 . 30 일까지 김현수 한 적이 없다 . 올 시즌 최장 연속 무안 는 올 시즌 가장 많은 타석 (281 타석 타 경기가 ) 4 경기였을 정도로 부진의 늪 에 들어선 한국인 타자다 . 시즌 초 붙에 빠지지도 않았다 . 박이 주전 자리를 꿰찼지만 마이너리 김현수는 한국에서도 주전 자리를 꿰 그로 간 뒤 수술로 시즌을 마무리한 박찬 2008 년부터 지난해까지 매 시즌 병호 (244 타석 ) 를 앞선 지 오래다 . 120 대타경기 이상씩 출전했다 . 지난 시즌 출전이 잦았던 시즌 초와 달리 최근에두산에서 한솥밥을 먹었던 박철우 두 는 주로 선발로 투입된다는 점도 달라산 타격코치는 “타격 기본기가 워낙 좋 진 팀 내 위상을 보여 준다 .

은 선수인 데다 시즌 초 팀 내 입지가

김현수가 꾸준히 출전 기회를 얻을 수 불안했을 때도 먼저 영상통화를 걸어 있는 건 무엇보다 실력 때문이다 . 3 할 와 장난 섞인 투정을 부릴 정도로 성격 대 타율 (30 일 현재 0.317) 은 물론 출루 이 낙천적이어서 슬럼프가 오더라도 잘 털어내는 편”이라고 말했다 . 남은 시즌 율 (0.394) 에서도 팀의 기대치를 충족 시켰다 . 송재우 MBC 스포츠플러스 에도 해 아이언맨의 질주를 기대할 수 있 설위원은 “장타 위주의 선 굵은 공격 는 이유다 .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평창동 예능교회 ( 옛 연예인교회 ) 에서 " 스승이자 후배들의 훌륭한 모니터요 원이셨다 "

열린다 . 예능교회는 종교활동에 힘써

1 세대 원로 코미디언 고 ( 故 ) 구봉서씨 온 고인이 설립을 주도하고 장로로 활 동해온 곳이다 . 고인은 경기도 남양주 의 발인식이 29 일 오전 6 시 서울 서초 모란공원에 안장된다 .서울성모병원 구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됐 다 . 발인식에는 고인의 동료였던 송해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는 고인을 를 비롯해 김미화 , 김학래 , 이홍렬 ,추모하기 김 위한 지인과 후배들의 발길 이 ,끊이지 않았다 . 창준 등 후배 희극인 150 여 명과 가족 지인 등이 참석했다 .

행사 기간에 고인의 부음을 접한 제 4

송해는 발인식에서 대표로 애도의 회 부 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에서도 추 뜻을 전하며 " 정계 , 재계 등에서 모 많행사가 진행됐다 . 은 유혹이 있었지만 코미디만 바라보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등 온라인 공 고 발전시켜 온 분 " 이라며 " 남은 사람 들이 코미디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자 " 고 했다 . 엄용수 한국코미디언협회장 은 발인식 참석 후에 " 선생님은 마지 막까지 후배들의 방송을 일일이 지켜 보고 조언해주시던 훌륭한 모니터요원 이자 , 훌륭한 스승이셨다 " 며 " 이제 누 가 그 역할을 할지 너무 아쉽고 , 생전 에 더 자주 찾아뵙지 못한 것이 후회 된다 " 고 했다 . 영결식은 오전 8 시부터 서울 종로구


빈자리가 너무 크다 " 고 회고했다 . 스티벌 공연차 부산에 머물고 있는 이 그리고는 " 할아버지 좋아하시던 책 경규는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 많이 읽으시고 오랜만에 다시 보시는 구봉서 선배님은 젠틀하시고 장난을 분들 많이 웃겨주시고 행복하게 지내 많이 치신 분이었다 " 고 돌아왔다 . 세요 " 라며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

그는 " 나는 항상 선배님 옆에서 대기

뒤이어 2 주 전쯤 고인이 마지막으로 하고 있다가 심부름하고 자리 정리하 교회를 찾았을 때 이용식 등이 나이도고 했다 " 며 " 내게 항상 장난을 치시고 잊은 채 ' 기쁨조 ' 가 돼 고인을 즐겁게 해 주려고 온몸을 던져서 개그를 하는 모 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돼 영결식 참석 자들을 웃음 짓게 했다 . 앞서 이날 새벽 빈소가 있던 서울 서

간에서도 추모 메시지가 이어졌다 . 1926 년 평양에 태어난 고인은 1945 년 태평양악극단에서 악사로 연예계 활동을 시작했다 . 배삼룡 , 곽규석 , 이기 동 , 남철 , 남성남 등과 함께 1960∼70 년 대 한국 코미디 전성기를 이끌며 고단 한 삶에 지친 서민들을 위로했다 .

농담을 하셨다 . 참 좋은 선배님이셨다 " 초구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고 말했다 . 이어 " 전성기 때 정말 대단

' 오부자 ', ' 돌아오지 않는 해병 ' 등 400

발인식에는 고인의 동료였던 송해를 비 하신 분이셨다 " 면서 " 한국 코미디의 산

여 편의 영화에 출연했으며 , MBC TV

롯해 김미화 , 김학래 , 김창준 등 증인이시고 후배 , 우리 모두 선배님을 따라

의 장수 코미디 프로그램 ' 웃으면 복이

희극인 150 여 명이 참석해 고인의 마했고 존경한다 " 고 덧붙였다 .

와요 ' 를 통해 전 국민으로부터 사랑을

지막 가는 길을 배웅했다 .

구봉서가 1960~80 년대를 구가하며

받았다 .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찰리

이후 후배들의 귀감이 됐다면 , 이경규

채플린의 희극 연기를 신봉했던 고인 "

는 환갑을 바라보는 나이에 여전히 막

코미디는 풍자 " 라고 믿었다 .

강한 현역으로 활동 중이다 .

현역 시절부터 연예인 선교에 힘썼으 며 은퇴 후에는 종교활동에 전념해왔

구봉서 아들 " 항상 자랑스러운 아버지

다 . 고인은 27 일 새벽 노환으로 인해 향

였다…편안히 영면 "

년 90 세의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

" 아버지는 아들 4 형제의 학교 입학식 과 졸업식에는 단 한번도 오시지 못하

' 코미디언 대부 ' 구봉서 " 이제 서 천국을 " 인생의 성공자는 웃으며 사는 사람

셨습니다 . 그만큼 바쁘셨죠 . 하지만 항

웃기러 갑니다 "

상 자랑스러운 아버지셨습니다 . 사랑합

이고 절망한 사람은 패배자인데 고인

은, ' 내가 영결식은 이용식 , 이홍렬 , 엄용수 임 죽으면 누가 웃기지 ' 라는 명언 고인은 경기도 남양주 모란공원에 안니다 ." 세상을 떠난 코미디계 대부 구봉 하룡 등 후배 희극인과 박진 전 국회의을 남겼다 " 고 소개했다 .

장된다 . 마련된 빈소에는 고인을 추모 서의 막내아들은 연합뉴스와의 전화

평소 원을 비롯한 지인 , 가족 , 교인 등 300 여 고인과 각별한 사이였던 이용식하기 위한 지인과 후배들의 발길이 끊통화에서 이같이 밝혔다 . 했 않았다 .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예배 형식으로 조(64) 과 손녀인 구자은씨가 조사를 이지 촐하게 진행됐다 .

그는 " 폐렴기가 있으셔서 광복절 지낸

다 . 이용식은 " 김수한무 거북이와 두루 행사 기간에 고인의 부음을 접한 제 4후 병원에 입원하셨다 " 며 " 응급실로 들

미…… 세계적인 코미디 대사를 만드셨회 부 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에서도 어갔지만 예능교회는 종교활동에 힘써온 고인 추 호전되셨는데 다시 갑자기 혈 던 분이 이제 천국을 웃기러 가신다 " 모 고 행사가 진행됐다 . 이 설립을 주도하고 장로로 활동해온

압이 떨어지면서 중환자실로 옮겼다가

했다 . " 결혼 8 년차 때 제가 딸을 낳았는 곳이다 . 이 교회 장로인 영화배우 신영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등 온라인 공거기서 영면하셨다 . 편안히 돌아가셨 데 , ' 용식아 , 어떻게 너 같은 몸뚱이에서 균 (88) 은 추모기도를 통해 " 배가 고프 간에서도 추모 메시지가 이어졌다 . 다 " 고 전했다 . 고 힘들 때 웃겨주고 희망을 주고… 그저렇게 예쁜 딸이 나올 수가 있지 ' 라고

고인은 과거 영화 촬영 중 부상한 후

하시던 게 기억납니다 ." 러면서도 메시지가 중요하다면서 책을

이경규 " 구봉서 선배는 젠틀하고 장난 유증으로 척추 질환을 앓아왔으며 , 지 이용식은 " 평생 웃기기만 하셨던 기 분 많은 분 " 사서 열심히 공부하던 고인을 모습을 난 2009 년 1 월 중순 자택 욕실에서 넘 봤다 " 고 회고했다 .

이 이렇게 슬프게 만들어놓고 가셨다 "' 예능계의 대부 ' 이경규 (56) 가 27어져 일 별뇌출혈로 의식을 잃은 뒤 뇌수술

며 눈물을 흘렸다 . 곽선희 (83) 소망교회 원로목사는 고인

세한 선배 코미디언 구봉서에 대해 " 을 한 받았다 . 2010 년 12 월에는 소파에서

에 대해 " 많은 사람을 옳은 대로 인도 구자은씨는 " 할아버지는 항상 존경스 국 코미디의 산증인 " 이라고 강조했다자다가 . 굴러 떨어져 손이 부러지기도 자랑스러운 분이셨다 " 며 " 떠나신 한 사람은 별처럼 영원히 빛이 난다 " 럽고 면 지난 26 일 개막한 부산국제코미디페 한 그는 이즈음부터 휠체어를 타고 다


에 신화를 남기셨지만 , 후배들에게는 려웠던 시기 웃음으로 고단한 서민들 아버님 같고 , 형님 같은 분이셨습니다 의."삶을 위로했다 . 엄용수 한국코미디언협회장은 27 일 1926 년생 평양 출신인 그는 1945 년 별세한 원로 코미디언 구봉서에 대해 대동상고를 졸업한 직후 태평양악극단 이같이 말하며 깊은 조의를 표했다 . 악사로 연예계 활동을 시작했다 . 엄 회장은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 평소 취미로 즐기던 아코디언을 들고 서 " 지금 우리나라 코미디는 선생님이 길거리를 지나던 그는 급히 악사를 구 넓혀 놓은 지평 위에 있다 " 고 했다 . 하던 태평양악극단에 의해 길거리 캐 이어 " 선생님은 후배들이 쉽게 방송을 스팅이 됐다 . 할 수 있는 길을 열어줬다 " 며 " 지금 유 그는 1940~60 년대 연극 , 만담 , 코미 재석 , 강호동 , 신동엽 같은 후배들이디인 , 노래가 어우러지는 악극이 전성기 기를 얻으면서 활발하게 방송 활동을 를 구가하던 시절 양석천 양훈 김희갑 하는데 모두 다 선생님의 그늘에 있는서영춘 배삼룡 등과 함께 전국을 돌며 녀야했다 . 하지만 나이에 비해 정정한 라고 말했다 .

것 " 이라고 덧붙였다 .

서민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

엄 회장은 " 슬픔을 이루 말할 수 없 1950 년대 후반부터는 충무로에 진출 모습으로 매주 교회 예배에 참석했고 ,1960~70 년대 최고 전성기를 구가한 다 " 며 "3 년 전 저희가 선생님께 헌정공 해 코믹영화의 전성기를 열었다 . 지난해 3 월에는 KBS 1TV ' 인순이의 구봉서는 방송사와 쇼무대에서 그를연을 했는데 그때만 해도 목소리가 쩌 ' 애정파도 ' 를 시작으로 ' 수학여행 ', ' 억 토크드라마 그대가 꽃 ' 에 출연해 자신 잡기 위해 납치극을 벌일 정도로 ' 귀한 렁쩌렁하고 충만한 코미디 감각으로울하면 출세하라 ', ' 출세가도 ', ' 번지수 의 인생을 반추하기도 했다 .

몸 ' 이었다 . 영화에도 400 편 넘게말씀 출연 한 마디 한 마디가 사람을 웃겨서가 틀렸네요 ', ' 염통에 털난 사나이 ', ' 오 고인의 막내아들은 " 아버지가 2009 한 그는 자연히 ' 바쁜 아빠 ' 로 자녀들 100 세 이상 장수할 것으로 생각했다 부자 " ', ' 돌아오지 않는 해병 ' 등 400 여

년 뇌수술을 받으신 것 말고는 비교적에게 기억된다 . " 너무 바쁘셨죠 . 하지만 고 전했다 . 엄 회장은 코미디언협회 차 편의 영화에 출연했다 . 건강하셨다 . 잔병말고 큰 탈은 없었다 늘"자랑스러운 아버지였습니다 . 그 흔 원에서 평소 한두 달에 한 번 정도 고 특히 영화 ' 오부자 ' 가 큰 성공을 거두 면서 " 마지막에 편안히 가셔서 다행 한 " 이스캔들 한번 없으셨고 , 오로지 코미 인을 예방했다고 한다 .

면서 이 영화에서 막둥이로 나온 구봉 디 외길 인생을 걸으셨습니다 . 정치권 " 선생님이 평소 신장이 나쁘셔서 일주 서는 ' 막둥이 ' 라는 별명을 얻게 됐다 . 에서도 숱하에 제안이 왔지만 아버지 일에 세 번 정도 투석을 하셨는데 , 며칠 1969 년 MBC TV 개국과 함께 탄생

는 사람들에게 웃음을 주는 일을 가장전에는 발이 많이 부어서 응급실에 가한 장수 코미디 프로그램 ' 웃으면 복이 보람있어 하셨습니다 ." 셨고 그다음부터 뵙지를 못했습니다와요 . ' 에서 ' 비실이 ' 배삼룡과 명콤비로 고인은 ' 비실이배삼룡 ' ,' 후라이보이 '이번에도 늘 그랬듯이 며칠 지나 상태연기를 선보이면서 국민적인 스타로 최

곽규석과 찰떡 콤비를 이뤘다 .

가 호전되면 나오실까 했는데… " 고의 인기를 구가했다 . 아들은 " 방송에서는 배삼룡 선생님현재 , 코미디언협회 회원 수는 800 명동양방송 (TBC) TV 프로그램 ' 쇼쇼 쇼무대에서는 곽규석 선생님과 호흡이 정도인데 현역으로 활동 중인 회원은 쇼 ' 에서는 ' 후라이보이 ' 곽규석과 콤비 좋으셨다 " 고 돌아봤다 .

450 명 , 방송 활동을 하는 회원은 200 를 이뤄 새로운 코미디를 선보이기도

명 정도다 . 했는데 , 이를 계기로 라면 CF 에 등장 " 유재석 강호동 신동엽은 구봉서의 엄 그 회장은 현역 시절의 고인을 호랑이 해 ' 형님 먼저 , 아우 먼저 ' 라는 유행어를

늘"

처럼 엄했던 선배로 기억했다 . 낳았다 .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찰리 엄용수 " 후배들에게 아버님 같고 형님 채플린의 희극 연기를 신봉했던 구봉 " 제가 막 데뷔했을 때인 1981 년 MBC 같은 분 " TV 에서 ' 코미디천국 ' 이란 프로그램서는 특 " 코미디는 풍자 " 라고 믿었다 . " 한국 코미디의 개척자로 방송 코미디 집을 함께 했던 기억이 납니다 . 제가 나 매를 맞더라도 잘못된 정치와 사회를

폴레옹 역을 하고 선생님은 옥황상제 풍자하는 진실이 담긴 코미디를 해야 역을 맡으셨는데 선생님 옆에 갈 엄두한다는 게 그의 신념이었다 . 를 못 냈습니다 . 가까이 가면 연기 지 그는 은퇴 후 가진 한 인터뷰에서 " 요 적을 해주시는데 당시는 후배들에게 호 즘은 풍자 코미디가 부족하다 " 며 " 코미 랑이같이 무서웠습니다 ."

디가 사회를 정화하는 역할을 못 한다 면 의미와 역할이 퇴색될 것 " 이라고 했

한국의 채플린 구봉서… " 코미디는 다 풍 . 그는 60 년 이상 희극인으로 살면서 자" 사회와 연예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 아 2013 년 '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코미디언 구봉서는 우리나라 희극계 의 대부이자 역사의 한 페이지를 쓴 연문화훈장 ' 을 받기도 했다 . 예계의 거목이었다 .

구봉서는 은퇴 후 종교 생활에 전념

그는 배삼룡 , 곽규석 등과 콤비를 이해왔다 . 인기가 정점에 있던 1970 년대 뤄 1960~80 년대 한국 희극계를 주름 부터 교회를 다니기 시작했으며 연예 잡으며 코미디의 황금기를 이끌었다 .인 선교에 힘쓰며 서울 평창동의 연예 정치적으로 암울하고 경제적으로 어인교회 ( 현 예능교회 ) 설립을 주도했다 .


가수 케이시 (21· 본명 김소연 ) 는 엠넷 " 자이언트 핑크 언니는 되게 쿨한 사 서바이벌 프로그램 ' 언프리티 랩스타람이다 3' . 내가 1 회 때 언니한테 뭐라고 에서 첫 탈락한 후에도 여전히 밝고 유했었는데 , 알고 보니 진짜 좋은 언니였 쾌하게 일상을 보내고 있었다 . 탈락의 다 . 자꾸 애정이 갔다 " 며 " 내가 탈락하 아픔은 느낄 수 없을 정도였다 .

는 회차를 보고 있었는데 , 언니한테 ' 눈

케이시는 24 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 물이 난다 ' 는 메시지가 왔었다 . 탈락 미 션 하고 나서 언니가 ' 다음에는 배틀 말 동 넥스타 엔터테인먼트에서 스타뉴스 와 만나 ' 언프리티 랩스타 3'( 이하 ' 고 언프 , 콜라보레이션 하자 . 우리 경쟁하지 3') 탈락 후 근황 , 향후 활동 계획을 말자 털 ' 라고 했다 . 진짜 다음에 만날 때는 어놓았다 .

무대를 함께 했으면 좋겠다 ."

케이시 또한 자이언트 핑크와 대결보 케이시는 먼저 지난 12 일 방송된 ' 언 프 3' 에서 탈락한 것과 관련 " 솔직히다는 말 듀엣 무대를 간절히 원했고 , 훗날 하면 첫 번째로 탈락하고 싶지는 않았두 사람이 또 다시 대결하게 될 일에 대 해서는 " 다시 대결을 하려면 진짜 제가 다 . 첫 탈락자 미션 때 ' 나는 아니었으 면 ' 하는 생각을 했었다 . 그런 후에 실력을 탈 키워야 한다 . 대결이 목적이 아 락을 했다 . 아쉽기도 했지만 나를 다 니라 보 , 제가 언니와 대결할 정도 실력을 여주고 떠나는 것 같아 후련했다 " 고 키운 밝 날이라는 생각이다 " 고 했다 . 혔다 . 이어 " 영구 탈락 미션 ( 방송 3그녀는 회 ) 방송 초반 ( 음원 트랙 뮤직비디 을 준비하면서 좋은 무대를 보여주자 오 촬영 미션 ) 마디 계산을 못한다는 지적이 일었던 것에 대해 " 저도 마디 수 는 마음이 컸다 . 탈락 미션이라고 해서 셀 줄 안다 . 처음으로 방송을 하다보니 ' 탈락하지 않아야 된다 ' 는 오기나 간절 함이 있던 것은 아니다 . 혼자 할 수 있 까 많은 카메라 앞에서 긴장하고 떨렸 는 단독 무대에서 나를 어떻게 보여줄다 . 긴장되고 ' 잘 해야 된다 ' 는 압박감이 까 고민을 많이 했다 " 고 덧붙였다 . 있었다 . 그래서 머리가 판단을 잘못했 케이시는 자이언트 핑크를 영구 탈락다 . 저도 그 때 정말 깜짝 놀랐다 . 이제 미션에서 대결 상대로 만난 것에 대해는 방송에 적응을 했으니 , 다시 하라고 " 나는 좋았다 " 고 말했다 . 그녀는 " 하면 나는 잘 할 수 있다 . 진짜 마디 계산 할 줄 안다 . 오해하지 않으셨으면 좋겠다 " 진짜 대결이라고 생각하지 않았다 . ' 배 우러 가자 ' 는 생각이었다 . 그때 자이언 고 밝혔다 . 트 핑크 언니가 1 위를 하고 있을 때였' 언프 3' 에서 ' 긍정녀 ' 로 불릴 만큼 해맑 다 . 언니가 나를 상대로 뽑았을 때 좋은 웃음을 자주 보여줬던 케이시는 " 제 았다 " 고 털어놨다 .

성격이 원래 그렇다 . 긍정적이고 해맑

자이언트 핑크에 대한 케이시의 생각다 . 예전에는 이런 모습이 드러나지 않 , 방송에 이렇게 다 나올 줄 몰 은 좋은 언니 , 배울 게 많은 언니였다았는데 .


랐다 . 감춰야 할 것을 들킨 것 같은 기 분이 든다 . 그렇다고 실제 제 모습을 포

예측할 수가 없다 " 고 말했다 . ' 언프 3' 이후 대중에게 이름을 알린 케

장하고 , 꾸미고 , 감추고 싶지는 않다 " 고

이시는 자신이 선보일 음악도 준비 중

했다 .

이다 . 케이시는 " 음악은 평상시에도 계속 하

케이시 "' 디스 배틀 ' 미션 해보고 싶었

고 있다 . 지금도 준비 중이다 . 제가 작

다"

곡 , 작사도 하고 있다 . 저도 만족하고 회

" 저도 디스 배틀 한 번 해보고 싶었습 니다 ."

사에서도 만족하는 곡이 나오면 앨범 제작으로 돌입할 것 같다 . 회사에서는

' 언프리티랩스타 3'( 이하 ' 언프 3') 에서

올해 안으로 준비 중인 것 같다 " 며 " 앨

첫 탈락한 케이시는 디스 배틀 미션을

범 준비라는 말만 들으면 되게 설레는

하지 못한 것에 못내 아쉬워했다 .

데 , 좋은 음악으로 대중 앞에 서고 싶

지난 19 일 방송된 ' 언프 3' 에서는 출연 자들에게 '1 대 1 배틀 미션 ' 이 주어졌

다 " 고 말했다 . 케이시가 ' 언프 3' 으로 대중에 이름을

고 , 서로를 향한 디스전으로 시청자들

알렸지만 , 여기까지 오기는 쉽지 않았

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

다 . 가수에 대한 꿈은 오래 전부터 키웠

케이시 또한 이 방송을 봤다면서 " 디 스전은 정말 살벌했다 . 나도 한 번 해보 고 싶은 미션 중 하나였다 " 며 " 내가 이

지만 본격적으로 준비해서 무대에 오 른 것은 불과 3 년 안팎이다 . 그녀는 " 가수 준비는 고 3 때부터 했

번에 바보 같고 , 푼수 같은 이미지였는

다 . 오래 전부터 가수를 하고 싶었는데 ,

데 이를 바꿀 수 있는 미션이라고 생각

부모님이 허락하지 않아서 할 수 없었

했다 . 또 내가 보기와 달리 한 번 거친

다 . 고 3 때 더 이상 부모님한테 말하지

모습 보여드리면 얼마나 거칠게 될 수

않고 , 제가 하려고 하는 것을 안 하면

있는지 충분히 보여드릴 수 있다 " 고 털

안 되겠다 싶었다 . 그래서 프레젠테이

어놨다 .

션까지 준비해서 부모님을 설득했다 "

그녀는 배틀 미션으로 꼭 한 번 상대

고 말했다 .

로 만나고 싶은 래퍼가 있었는지 묻자

이어 " 부모님의 반대는 오빠가 먼저 모

" 대진표는 어떻게 될 줄 모른다 . 방송

델 일을 시작해서 그랬다 . 그래서 죄송

보면서 ' 나는 누구랑 해봐야겠다 ' 는 생

한 마음도 있었지만 나중에 잘 된 모

각은 안 했다 . 누구를 만나면 어떤 랩

습을 보여드리면 된다고 생각했다 . 그

을 해야겠다는 생각은 했다 " 고 말했다 .

렇게 해서 연습생 생활을 시작했다 " 고

케이시는 ' 언프 3' 에서 꼭 한 번 해보고

덧붙였다 .

싶은 미션도 있었다고 했다 . 바로 아티 케이시의 연습생 생활은 판타지오 뮤 케이시는 ' 언프 3' 탈락 후 일상에 대해 케이시 또한 ' 언프 3' 의 두 번째 탈락자 직에서 시작됐다 . 그녀는 헬로비너스의 스트와 함께 하는 콜라보레이션 무대 묻자 " 여전히 ' 언프 3' 본방송 챙기면서 에 대해 궁금해했다 . 그녀는 " 쿨키드 , 오디션까지 본 인재다 . 물론 오 새 멤버 다를 모두 실력 있는 래퍼다 . 둘디션을 중 통해 최종 선발되지 않았고 , 자 그녀는 " 전 시즌을 봤었는데 , 나도언니 ' 언 , 동생들 응원하고 있다 " 며 "유나킴 좋은 결과 있었으면 좋겠다 " 고 웃음지 한 사람이 탈락하게 되는데 , 누가 될지 프 3' 에 나가면 꼭 해봐야겠다고 생각했 신이 하고 싶은 음악 ( 랩 ) 을 위해 지금 였다 .

었다 . 탈락을 해서 이제 그런 기회는 으며 없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

예측할 수가 없다 " 며 " 두 사람 모두 의 잘 소속사 ( 넥스타 엔터테인먼트 ) 에 둥

하고 있는데 , 이렇게 만나게 돼 안타깝 지를 틀게 됐다 . 지만 꼭 하고 싶었다 . ' 언프 3' 이 아니면 예측 " 고불말했다 . 언제 해볼 수 있을까 싶다 . 그게 아쉽케이시 "' 언프 3' 탈락 · 우승자 ? 다 그녀는 가수로 꼭 이루고 싶은 것을 가" 탈락자가 있다면 우승자도 있는 게 '묻자 언 " 오빠랑 이종사촌 언니랑 연예계 다 " 고 밝혔다 . ' 언프 3') 에서프 3' 의 구성이다 . 자이언트 핑크 , 미료 에서 ,잘 됐으면 좋겠다 " 며 " 제가 연습 케이시는 인터뷰를 하는 동안에 유독 ' 언프리티랩스타 3'( 이하 탈락한 후 본방 사수 중인 케이시는 곧전소연 , 애쉬비 등 많은 이들이 매 미션 무대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 ' 자신을 생 시절 , 이종사촌 언니 집에 있었다 . 알리는 것보다 무대에 서는 게 더 좋은밝혀질 두 번째 탈락자에 대해 관심을마다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 이 사실 언니가 배우 김하얀인데 , 지금 큰 들 중 누가 우승하게 될 지도 관심이 쏠 역할을 하지 않는다 . 오빠는 모델 김학 지난 리고 있다 . 래인데 역시 지금 모델로 크게 성공한 그녀는 " 무대에 대한 간절함이 있다 . 19 일 방송된 ' 언프 3' 에서는 오는 케이시는 ' 언프 3' 출연자 중 누가 우승 26 일 방송에서는 쿨키드와 유나킴의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 무대에서 준비 게 아니다 . 저 역시 마찬가지다 . 그래서 가수 같다 ' 는 생각일 것이다 .

드러냈다 .

을 차지할 가능성이 높은지 묻자 " 처음 우리가 다 잘 돼서 나중에 한 자리에 한 모든 것을 보여주고 나면 그게 제일대결을 예고했다 . 케이시에 이은 두 번 째 영구 탈락자를 가리는 데스 매치다에는 . 자이언트 핑크 언니가 유력하다고 모였으면 좋겠다 " 고 밝혔다 . 기쁘다 " 며 "' 언프 3' 에서는 첫 탈락했지 두 사람 모두 개성 있는 랩으로 시청자생각했다 . 무대가 이어지면서 다른 래케이시는 " 랩이든 노래든 실력을 키워 만 매 무대를 열심히 준비했고 , ' 케이시 퍼들도 정말 잘하고 있다 . 또 미료 선배 들의 이목을 끌었던 만큼 , 누가 탈락의 대중 앞에 설 수 있도록 하겠다 . 지켜봐 가 이런 것을 할 줄 안다 ' 는 것을 보여줬 아픔을 맞이하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 님의 경우 경험이 많으니까 무대를 잘주셨으면 한다 " 며 무대에서 인정 받고 기에 좋다 . 다음 무대에 오를 수 없다는 내고 있다 . 꾸몄다 . 보면 볼수록 누가 우승을 할지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 게 아쉬울 뿐이다 " 고 말했다 .


전 · 면 · 광 · 고


취를 감추게 됐다 . 이미미는 24 일 스타 이미미는 " 연습생 때 갈고 닦았던 자신 의 실력이 지금 와서 내게 큰 의미가 없 뉴스와 인터뷰에서 피치걸 활동 당시 다는 생각이 들었다 " 고 떠올리며 스스 를 떠올리며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 이 미미는 " 걸그룹 리더로서 여러모로 힘 로를 많이 돌아봤다 . 들었던 시기가 많았었다 " 고 털어놓았 이미미는 " 이제는 걸그룹 활동에 대 다 . 이어 " 솔직히 솔로 활동에 대한 한 욕 큰 미련을 갖고 있지 않다 " 며 솔로 심이 있어서 1 년 만에 팀을 떠나게 됐가수로서 더 열심히 나아갈 것임을 여 다 " 고 말했다 . 이외에도 리더로서 , 러 요정 차례 강조했다 . 신곡 ' 마릴린 먼로 컴 콘셉트의 걸그룹 멤버로서 활동을 이 플렉스 ' 는 이미미만의 건강한 섹시미가 어가는 것에 대한 이미미의 생각은 남담긴 R&B 힙합 장르의 댄스곡 . 수많은 남자에게 사랑을 받았던 한 여자가 자 달랐다 . " 제일 힘들었던 건 다이어트였 신의 인기 때문에 다가오지 못하는 한 어요 . 제가 하루에 6 끼도 먹을 정도로 남자를 바라보며 사랑에 빠지는 내용 식사량이 많은 편이었는데 걸그룹 멤버 이 가사에 담겼다 . 매혹적인 안무와 중 가 되고 나서 하루 1 끼밖에 못 먹고 그 랬거든요 . 스트레스가 좀 많았어요 . 독성 개 있는 사운드가 제목 못지않게 색 인적으로 술도 못 마시는 편도 아니었다른 느낌을 전달한다 . 이미미는 이번 활동에 목표로 " 이 곡 고요 . 밤에 몰래몰래 매운 음식 먹었던 기억도 나네요 .( 웃음 ) 리더라는 자리에 을 통해 내 이름을 알릴 수 있는 발판 서 있는 것도 쉽지는 않았어요 . 잘 해을 마련하고 싶다 " 고 당찬 포부를 밝혔 도 욕 먹고 못해도 욕 먹는 자리가 걸 다 . " 오는 30 일부터 SBS MTV ' 더 쇼 ' 에 그룹 리더였으니까요 . 개인적으로는첫 요무대를 가질 예정이에요 . 좀 더 많이 정 콘셉트로 활동하는 게 창피할 때도무대에 서서 제 이름을 알리고 싶어요 . 더 멀리 나아가서는 이효리 선배님 같 있었던 것 같아요 ." 높지 않았던 팀 인 지도에 대한 생각은 어땠을까 .

은 , 건강한 섹시미에 털털한 매력을 겸

" 생각보다 그 부분에 있어서 크게 스비한 가수가 되는 게 꿈이에요 ." 트레스를 받지는 않았어요 . 조금만 더이미미는 향후 해외 진출에 대한 생각 열심히 하면 알아주실 거라 생각하고 도 전했다 . " 대만과 태국을 중심으로 가수 이미미 (28, 본명 최은미 ) 는선에 지 서게 됐다 . 5 인조 걸그룹으로 활동 활동을 준비하고 있어요 . 중국에서도 멤버들과 더 노력하려고 했거든요 . 물 난 1 일 신곡 ' 마릴린 먼로 컴플렉스 했던 ' 를 피치걸은 활동 당시 특유의 상큼론 걸그룹이 한 방에 인기를 얻는 것이활동을 하고 싶은 마음도 있고요 . 국내 통해 솔로로 첫 발을 내딛었다 . 지난 함과 발랄함을 무기로 대중에 어필했 쉽지 않다는 건 알고 있었고요 ."

에서만 활동하는 것이 아니라 해외에

2013 년 걸그룹 피치걸 리더로 데뷔했다 . 마치 순정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모 서도 제 이름을 많이 알리고 싶죠 ." 2014 년 피치걸에서 탈퇴한 이후 이미 던 이미미는 활동 1 년 만에 팀을 떠나습으로 무대에 등장해 신선함을 전했 미는 자신의 미래에 대한 고민을 이어 이미미는 자신의 매력 포인트에 대해 며 활동을 잠시 중단했다 . 적지 않은 지만 우 다소 부담스러운 콘셉트라는 지 가며 공백 기간을 스스로 가졌다 . 학교 " 반전 매력이 있다 " 고 밝혔다 . 솔로로서 여곡절 끝에 이미미는 솔로 가수로서 적도 이어졌다 . 아쉽게도 피치걸은 많 도 다시 다니면서 실용음악을 전공하 첫 발을 내딛은 이미미에게 가수로서 자신의 목표를 이루기 위해 다시 출발은 화제성을 얻지 못한 채 2 년 만에 자 며 작사 , 작곡에 대한 공부도 이어갔다 반전이 . 이어질 수 있을 지 주목된다 . 때 MC 들이 너무 좋아했다 . 김국진 씨 가 과묵하고 입이 무거워서 저희에게 그런 말을 안 했다 . 그래서 김구라 씨 같은 경우에는 ' 동생으로서 섭섭하다 . 왜 얘기 안 해줬냐 . 형 ' 이라고 했다 " 라 고 설명했다 . MBC 예능 프로그램 ' 황금어장 - 앞서 라 지난 24 일에는 ' 라디오스타 '이에 녹 ' 라디오스타 ' 에서는 MC 인 김국 진의 디오스타 '( 이하 ' 라디오스타 ') 연출 황 진행됐다 . 이는 ' 라디오스타 화가 ' 의러브스토리도 살짝 공개될 예정 교진 PD 가 김국진의 열애설 보도 후 MC 인 김국진과 강수지의 열애설 이이다 . 황교진 PD 는 " 김국진 씨가 강수 지 씨와 언제부터 사귀었는지를 얘기 처음으로 진행된 녹화 당시 화기애애 후 첫 녹화였다 . 최근 김국진과 강수 해줬다 " 며 "MC 들은 강수지 씨가 나 한 분위기를 전했다 . 지는 SBS 예능 프로그램 ' 불타는 청 황교진 PD 는 26 일 스타뉴스에 "춘 김' 을 인연으로 연인으로 발전해 와서 큰 함께 얘기했으며 좋겠다고 했 다 " 라고 덧붙였다 . 국진 씨의 열애 공개 후 첫 녹화였다화제를 " 모은 바 있다 . 한편 김국진의 러브스토리가 담길 며 " 축하를 정말 많이 받았다 . 저희 황교진 PD 는 " 실제로도 제일 경사 ' 라디오스타 ' 는 오는 31 일 오후 11 시 MC 들이 김국진 씨를 축하해줬고 좋라고 했었다 " 며 " 열애설 기사 터졌을 아했다 " 라고 말했다 .

10 분 방송된다 .


있어요 ." 곤 , 제작 드림이앤엠 , 드라마하우스생각하고 ) 속 고두영이 맞나 싶을 정도였다 .

지일주는 고두영의 최악의 행동으로

정예은에게 샘플 향수를 주는 장면을 지일주는 현재 ' 청춘시대 ' 에서 그야말 로 나쁜 남자 고두영 역을 맡고 있다 .꼽았다 . 극 중 고두영은 기념일을 맞아 자신보다 학벌이 좋은 여자친구 정예 선물을 준비한 정예은에게 선물로 샘 은 ( 한승연 분 ) 에게 열등감을 느끼고플기향수를 건넸다 . 시간이 없어서 포장 을 못했다는 고두영의 해명은 많은 시 념일에는 뻔뻔하게 샘플 향수를 건네 청자들의 분노를 자아냈다 . 곤 한다 . 이에 시청자들의 반응을 격렬 했다 .

" 최고였죠 . 그 장면에 없던 대사를 감

남자 배우에게 ' 쓰레기 ' ' 똥차 ' 라는독님이 평 하나 넣으셨어요 . 사실 선물을 포장을 할지 말지 촬영할 때까지 고민 가라니 . 하지만 지일주는 캐릭터를 잘 소화하고 있다는 칭찬으로 생각한다했어요 . 포장 없이 ( 샘플을 ) 받은 채로 며 웃었다 .

주는 걸로 하자고 했죠 . 근데 그래도 감

독님이 대사는 시간이 없어서 포장을 " 이미지에 대해선 전혀 우려하지 않았 어요 . 그런 것보다 일단 너무 좋은 작못했다고 하자고 했어요 . 정말 재수 없 품이라 하고 싶었어요 . 작품만 좋으면 어 보였어요 . 어쨌든 장면이 잘 산 것 뭐든 상관없어요 . ' 고두영 나쁜 놈같아서 , 쓰 좋았어요 ." 극 중 고두영은 정예은에게 나쁜 남 레기 , 똥차 ' 라고 얘기해도 어쨌든 관심 이 갔다는 소리니까요 . 그만큼 나쁜 남 자친구이지만 실제 지일주와 한승연은 자라는 소리니까 잘하고 있다는 생각 전혀 다르다 . 작품 속에서 이별한 두 사 람이지만 실제로는 화기애애하다는 게 이 들어요 . 칭찬으로 생각하고 있어요 ." 지일주가 연기하고 있는 고두영은 현지일주의 설명 . 지일주와 한승연은 특 재 여자친구 정예은과 헤어진 상태 . 정 별한 인연도 있었다 . 지일주는 군인 시 절 카라의 팬이었다고 밝힌 바 있다 . 예은에게 막말은 물론 폭력까지 저질 렀던 고두영이기에 속시원하다는 반응 " 제가 군대에 있을 때 카라가 데뷔했 이 대다수 . 이대로 고두영이 나오지 않 어요 . 군인에게 여자아이돌은 신 같은 을 것이라는 예상이 많지만 지일주는 존재에요 . 그 당시에 좋아했었는데 나 아직 어마어마한 게 남아있다고 귀띔 이 들면서 그런 것에서 멀어졌는데 이 했다 .

렇게 만나게 돼서 좋았어요 . 한승연이

" 아직 어마어마한 게 남아있어요 . 박 착하고 밝아서 현장에서 농담도 하고 연선 작가님이 허술하지 않아요 . 뭔가 놀아요 . 촬영에서 고두영이 정예은에게 요즘 많은 사람들의 분노를 유발하지일주는 환하게 웃으며 밝은 에너지를 남아있습니다 . 기자간담회 때 끝까지 나쁜 짓을 하면 한승연이 ' 정말 나빴다 ' 고 있는 남자가 있다 . 바로 지일주 (31) 뿜어냈다 .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 나쁜 놈으로 나온다고 말했어요 . 지금 라고 하기도 했죠 . 같이 쉬는 시간이 많 가 그 주인공 . 작품이 아닌 실제로 만난 라마 ' 청춘시대 '( 극본 박연선 , 연출욕먹는 이태 것쯤은 아무것도 아니겠다고아서 이런 저런 얘기도 했어요 . ' 고두영


같았던 남자 있었어 ? 정예은 같은 여자 지일주는 각양각색의 캐릭터 중 윤진향했죠 . 20 대 초반에는 치기 어린 마음 을 앞두고 스타뉴스와 진행한 인터뷰 있었어 ?' 라고 물어보기도 했어요 . 제가 명에 공감한다고 밝혔다 .

에 연극이 진짜 연기라고 생각했어요 에서 . 이같이 말했다 .

고두영처럼 했던 건 아닌데 정예은처럼윤진명은 가난에 허덕이며 밤낮으로 어린 생각들을 많이 하다가 군대에서 지일주는 "' 대박 ' 촬영장의 분위기가 잘해줬던 친구들도 있었어요 ."

아르바이트를 하며 살아가는 인물이는 ' 왜 그렇지 ' 라는 생각을 했어요 . 정말 어 좋았다 . 전광렬 선배님이 잘 챙겨 다.

쨌든 내가 하는 연기와 좋은 작품을 봐줬다 " 라고 밝혔다 . 현재 드라마 ' 청춘시

' 청춘시대 ' 지일주 " 극중 한예리♥"윤박 , 다 경험해보진 않았지만 공감하고 있 주고 많은 작품으로 많은 사람들과 만대 ' 에서 고두영을 연기 중인 지일주는 진솔한 연애 부러워 "

어요 . 윤진명에게 공감하는 부분도 있 나면 좋은 게 아닌가라는 생각을 하게앞서 지난 6 월 종영한 SBS 월화드라마

배우 지일주 (31) 와 상대역 한승연은 죠 . 대학교 때 아르바이트도 꾸준히 했 됐어요 ."

' 대박 ' 에서 이인좌 ( 전광렬 분 ) 의 호위무

나란히 서 있어도 케미스트리가 넘치 었고 욕심이 많아서 22 학점 듣는데 청지일주는 이제 역할의 중요도를 가리사 무명 역을 맡은 바 있다 . 지만 알콩달콩한 로맨스와는 거리가강으로 무용과 탭댄스 수업이나 극작 지 않고 오랫동안 배우로 살아가기를 지일주는 "( 전광렬이 ) 무섭다는 얘기 멀다 . 반면 윤종열 ( 신현수 분 ) 유은재 과 글 쓰는 ( 수업도 들으면서 32 학점을 꿈꾸고 있다 . 지일주는 10 년 후에도를연듣고 촬영에 들어갔는데 선배님이 박혜수 분 ), 윤진명 ( 한예리 분 ) 들을 박재완 때도 있었어요 . 같은 연극과 수업 기를 하고 누군가에게 연기를 가르치 진짜 많이 챙겨줬다 " 며 "' 대박 ' 을 추울 ( 윤박 분 ) 는 알콩달콩하거나 애틋한이라도 로 수강신청을 못한 수업이 있으면 고 싶다고 털어놨다 . 중앙대학교 예술 때 촬영했다 . 맨스를 그리고 있다 . 지일주는 이들의 그런 것도 들었죠 . 쉬는 시간 10 분 사 대학원에 다니며 미래를 설계 중인 지 마룻바닥에 무릎 꿇는 신이 있었는데 로맨스가 부럽다고 털어놨다 .

이 김밥을 먹고요 . 호프집 아르바이트 일주의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

무명이 무릎이 화면에 안 잡히니까 방

" 부럽죠 . 윤종열 , 유은재 커플도 부럽 를 하면서 동기 애들이 술 먹고 있을 때"10 년 후에도 연기를 하고 있으면 좋석 가져다주라고 했다 . 그쪽에 서있으 고 윤진명 박재완 커플도 부러워요 . 유 서빙하기도 했죠 .

을 것 같아요 . 주인공이든 조연이든 연 면 고생하니 선배님 쪽으로 붙어있으

은재 윤종열 같은 로맨스도 좋은데 그 아르바이트비로 학비를 모두 충당하 기를 하고 있으면 좋을 것 같아요 . 대라고 챙겨주기도 했다 " 라고 설명했다 . 런 풋풋하고 연애를 하기엔 나이가 든는 건 어렵겠지만 생활비라고 벌어 어학원을 다니고 있는데 그때쯤에는 학 그는 "' 대박 ' 을 촬영할 때 김범 , 유승호 것 같아요 .( 웃음 ) 편안한 만남이 머니에게 좋지 부담을 덜 드리고 싶었어요 생들을 ." 가르치고 싶어요 ."

씨 등 전광렬 선배님의 후배들이 많이

않을까 싶어요 . 윤진명 박재완 커플이누구보다 바쁘게 살았던 당시 지일주

왔었다 " 며 " 보통 저렇게 안 하는데 왜

청춘시대 ' 지일주가 전광렬에게 감동 그냥 마냥 조용한 커플이 아니고 윤진는 방송 연기를 꿈꾸지 않았다 . 그를 '바 그런지 알 것 같았다 " 라고 덧붙였다 . 명의 상황이 있어 쉽지 않은 커플이지꾼 건 군 생활이었다 . 그는 군대에서 한 생 사연

한편 ' 청춘시대 ' 는 외모부터 남자 취향 ,

만 뭔가 화려하지 않아도 진솔함이 느활하며 연극만 고집하던 생각을 바꿨 배우 지일주 (31) 가 드라마 ' 대박연애스타일까지 ' 에서 모두 다른 5 명의 매력 껴지는 연애인 것 같아요 ."

다.

호흡을 맞춘 전광렬에게 감사함을 표 적인 여대생이 셰어하우스에 모여 살

올해 31 살인 지일주이지만 20 대의 "삶 데뷔 전에는 연극 , 뮤지컬을 하고 현했다 싶 .

며 벌어지는 유쾌하고 발랄한 여대생

을 그린 ' 청춘시대 ' 는 자신의 어린 날을 어서 방송 생각이 없었어요 . 군대 말년 지일주는 지난 17 일 오후 종합편성채 밀착 동거드라마로 오는 27 일 종영한 떠올리게 하며 공감을 줬다 .

에 생각을 바꿔먹어서 방송 쪽으로 전널 JTBC 금토드라마 ' 청춘시대 ' 의다 종영 .


배우 김래원 (35) 은 지난 23 일 종영한 한 고뇌와 메시지 등은 시청자들에게 심 행복한 감정을 숨기지 않는 모습이로맨틱 코미디에 대한 소감을 당당하 SBS 드라마 ' 닥터스 ' 를 통해 또 하나의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했다 .

었다 . 김래원은 이날 언제 그랬냐는 듯 게 밝혔다 . 김래원은 " 로맨틱 코미디 장

' 인생 연기 ' 를 펼쳤다 . 김래원이 ' 닥터스 '

싹 사라진 폭염을 언급하며 " 날씨가 르는 너 배우로서 나를 알게 해준 장르이

에서 극중 신경외과 교수 홍지홍을 연 26 일 서울 양천구 SBS 목동 사옥에무 좋다 " 고 너스레를 떨었다 .

기도 했고 나만의 무기가 있는 장르라

기하며 그려낸 상대역인 박신혜와의 유 서 만난 김래원은 담담하면서도 ' 닥터김래원은 ' 닥터스 ' 를 통해 스스로고가 생각했다 " 고 말했다 . 또한 "' 닥터스 ' 쾌하면서도 진한 로맨스 , 의사로서 전 스 ' 를 통해 받은 많은 사랑으로 인해 장 내 자신 있는 장르 연기라고 생각하는와 함께 제안을 받은 몇몇 로맨틱 코미


김래원과 박신혜의 호흡은 실제 열애수복을 벗고 바로 의사 가운을 갈아입 " 아무래도 밝은 느낌의 ' 닥터스 ' 여서 디 영화는 ' 닥터스 ' 만큼 그렇게 매력적 이지 않았다 " 고도 말했다 .

설을 의심케 할 정도의 완벽한 케미스어야 했다 " 며 곧바로 새 작품에 들어가 중간에 갑자기 힘이 실렸던 분위기가

는 것에 대해 못내 부담이 적지 않았음시청자들에게 아쉽게 비쳐졌던 것 같 장르적인 색깔이 너무 뚜렷했을까 . 트리로 김 구현됐다 . 9 살이라는 나이 차이 을 토로했다 . 래원이 ' 닥터스 ' 에서 분한 홍지호는도 특 존재했지만 김래원은 크게 개의치 유의 달달한 대사부터 해서 빗속 키스않았다고 쿨하게 답했다 .

아요 . 너무 또 무겁게만 가면 드라마로

그래도 김래원은 그간 연기 활동 중 서 재미도 없게 되니까요 ."

김래원은 전작 ' 옥탑방 고양이 ' 를 통 신 , 댄스 신 등 김래원을 중심으로 한 하지만 제아무리 로맨틱 코미디 연기경험하지 못했던 메디컬 드라마에 대 여러 장면들이 화제를 모았다 .

한 흥미를 느껴 흔쾌히 출연을 결정했해 자신만의 넉살을 얻을 수 있었고 ' 전문가라지만 , 김래원도 스킨십 연기는

조심스럽게 했다고 . 특히 김래원은 홍지홍이 20 대의 어리

다.

눈사람 ' 을 통해서는 특유의 감성을 얻

바리한 인턴이었을 때의 모습을 연기하" 나이 차이도 좀 있는데 제가 적극적 " 나름 제 머릿속에 그려진 대로 잘 그을 수 있었다고 과거 인터뷰를 통해 밝 힌 바 있다 . 이번 ' 닥터스 ' 는 어땠을까 . 면서 나름대로 신경을 많이 썼다고 여으로 스킨십을 하면 좀 이상하게 보일려진 것 같았어요 . ( 의사는 ) 제가 연기 러 차례 강조하기도 했다 .

것 같긴 했어요 .( 웃음 ) 이외에도 홍지홍 하면서 해보지 않았던 직업이었거든잠시 머뭇거렸다 . 순간 아쉬운 느낌이

요 . 이미 캐스팅돼 있던 ( 박 ) 신혜도들었나 저 보다 . " 너무 어리바리하고 풋풋하거든요 . 과 제 유혜정이 사제지간이기도 하다 보 생각에 정말 잘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니 몰입에 있어서도 간과를 할 수가 없와 함께 하고 싶다고 했다고 하더라고 " 수술 신을 찍으면서 들었던 생각이 ' 했어요 . 혼자서 예쁜 생각도 하면서 연 었고요 ." 기를 준비했던 게 생각나요 ."

요 ."

언젠가 의사 역할로 꼭 다시 출연해야

김래원은 박신혜와의 연기 호흡에 대 김래원은 ' 닥터스 ' 를 통해 오랜만에겠다 소 ' 였어요 . 그런 욕심이 생기더라고

역시 많은 여성 팬들을 심쿵하게 했 해 " 따로 논의를 하지 않아도 됐을 만화한 로맨틱 코미디 장르에 대한 애착요 . 그렇게 되면 드라마가 굉장히 무거 워지겠지만 , 제가 제 매력으로 그 무거 던 " 결혼했니 ? 그럼 됐다 " 라는 대사에 큼 좋았다 " 며 " 나이 차이 역시 전혀 도 느 보이며 " 당장은 아니겠지만 언젠가 대한 생각은 이랬다 .

끼지 않고 연기했다 " 고 말했다 . 김래원 또 좋은 작품이 있으면 꼭 로맨틱 움을 코 풀면 되죠 .( 웃음 )"

" 그 대사는 제가 순서를 좀 바꾼 거였은 이와 함께 " 나이 차이 별로 안 나지 미디 장르의 작품에 출연하고 싶다 " 고김래원은 마지막으로 배우로서 포부 어요 . 좀 과했다는 생각도 들었는데 이 않았나요 ?" 라고 되묻는 여유도 보였다 덧붙였다 . .

를 전했다 .

" 열정이 없으면 연기자로서는 끝이라 렇게 이슈가 됐는지는 몰랐죠 . 헬기에김래원과 ' 닥터스 ' 의 만남은 약간의물론 우 ' 닥터스 ' 에 대한 아쉬움도 내비친 ' 합 . 전개가 점차 산으로고간 생각해요 . 20 대 때 슬럼프를 겪으면 서 찍었던 장면도 원래는 홍지홍이 쭈여곡절이 있었다 . 김래원의 ' 닥터스김래원이었다 뼛쭈뼛하다 말하는 분위기였거든요 .류는 ' 닥터스 ' 촬영이 한 달 반 정도 다는 진 지적과 중후반부로 이어지며 점 서 제 삶에 대해 고민도 많이 했죠 . 지 점 타이트해지는 촬영 일정으로 인해 금 생각해보면 현재의 저를 있게 한 과 최소한 이 헬기 신만 봤을 때 홍지홍은행된 이후 이뤄졌다 . 당시 김래원은 한 석규 , 정웅인 등과 영화 ' 더 프리즌 놓치게 ' 의 되는 디테일한 연기에 대해 김정이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 연기 잘하 완전히 상남자죠 . 분위기를 바꿔서 잘 완성했다고 생각해요 .( 웃음 )"

촬영을 막 끝낸 상태였다 . 김래원은 래원은 " 죄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

고 싶어요 . 재밌어지고 있고요 ."


전 · 면 · 광 · 고


싱글이자 신곡 ' 턴 업 '(Turn Up) 으로 싸이더스 지 HQ 는 그와 2014 년 계약을 맺 구촌 DJ 들의 음악 경연장인 비트포트었다 . 뿐만 아니다 . 세계적 음반 제작 및 유통사 소니 역시 더 노드를 주목했다 . 차트 덥스텝 부문에서 5 위까지 차지했 다 . 지난해 출시한 ' 반 드 우스트 '(Van 소니는 이번 ' 턴 업 ' 부터 더 노드의 곡 De Oost) 에 이어 비트포트 덥스텝 차을 자사의 월드와이드 배급망을 통해 트 톱 10 안에 재차 오른 것이다 . 한국 전 세계에 적극 소개하고 있다 . " 소니에서 제 곡의 해외 프로모션을 DJ 가 비트포트 덥스텝 차트에서 2 연속 톱 10 안에 든 것은 더 노드가 처음이하게 돼 힘이 되고 있죠 . 지금도 소니 다.

측이랑 계속해서 제 곡과 함께 할 해

사실 더 노드가 처음부터 EDM 에 푹외 유명 보컬리스트를 선별 중이에요 . 외에도 다양한 장르의 곡들을 많 빠졌던 것은 아니다 . 더 노드는 어린 EDM 시 절 피아노를 배우고 , 학창 시절에는 록 이 만들어 놓았거든요 ." 밴드 활동을 했다 . 이 부분은 역으로 지금은 EDM 쪽에 열중하고 있는 더 그의 향후 EDM DJ 활동을 더욱 기대노드이지만 , 그의 말처럼 음악이라면 케 만들고 있다 . 음악적 자산이 풍기하 모든 장르에 흥미를 갖고 있다 . 더 노 기 때문이다 .

드의 궁극적 지향점 또한 음악 프로듀

서인 이유다 . " 일곱 살 때부터 피아노를 배우면서부 터 곡을 만드는 것에 대해서도 흥미를 " 지금까지 선보인 곡들이 주로 세고 느꼈어요 . 중학교 때는 하드록에 흥미 강렬한 EDM 이지만 제가 이미 만들어 를 갖게 돼 베이스도 배웠죠 . 스쿨 록놓을 곡들 중에는 팝적인 요소를 담은 노래들도 많아요 . 앞으로는 EDM 은 물 밴드 활동도 했고 , 그러면서 자연스럽 게 기타와 드럼도 익히게 됐죠 . 어렸을 론 다양한 장르를 통해 대중분들과 만 때 건반을 했고 이후 나머지 악기들을날 거예요 ." 배우니 제가 모든 부분에 관여하는 음 얼굴까지 잘생긴 더 노드 . 과연 그의 포부는 뭘까 . 악을 만들고 싶었죠 . 처음에는 퓨전 쪽 에 관심을 갖다 , 일렉트로닉 쪽에 푹 빠" 음악을 진짜 오래하고 싶어요 . 어느 페스티벌에 서고 헤드라이너가 됐다 져들게 됐죠 . 국내에서는 가사가 없는 등이 아닌 , 정말 좋은 음악을 계속 만 곡은 덜 주목받는 경향이 있지만 EDM 은 사운드만으로도 충분히 매력을 뿜 들고 싶어요 . 영화나 광고 쪽과도 음악 어낼 수 있는 장르거든요 ."

으로 컬래버레이션하고 싶고요 . 참 , 아

더 노드는 2013 년제대 뒤부터는 시아 투어도 계획 중이에요 . 하하 ." EDM(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 ) DJ 겸위음권에 진입 , 향후를 더욱 기대케 하EDM 쪽에 몰입했다 . 스스로 작업실에국내 음악계를 더욱 다양하고 풍성하 악 프로듀서 더 노드 (The NOD, 27, 고 노있다 .

갇혀 살며 음악 만드는데 열중했다 . 이 게 할 , 또 한 명의 인재가 나타난 것만

광식 ) 가 또 한 번 세계적 DJ 차트최근 10더 노드는 지난 달 말 선보인 새사이 더 노드의 성장 가능성을 알아본은 분명하다 .


받아서 함께 하게 됐죠 ."

이 술을 마셨어요 . 어느 날 하루는 ' 내

일본을 잠시 떠나 한국에 머물며 영 일 촬영 있으니까 하루만 쉬게 해달라 ' 화를 촬영한 이와세 료 . 일본과 한국 고 부탁한 적도 있어요 .( 웃음 )" 양국의 촬영 현장을 모두 경험해 본 그벌써 두 번째로 한국 영화와 인연을 에게 한국의 촬영장과 일본의 촬영장 맺은 이와세 료는 남다른 한국영화 사 이 어떻게 다른지 물었다 . 그는 촬영 랑을 현 전했다 . 그는 ' 좋아하는 작품을 꼽 장에 큰 차이는 없지만 한국에는 ' 따뜻 기가 힘들 정도로 한국영화를 다 좋아 한 밥 ' 이 있어 좋았다고 말했다 .

한다 " 라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

" 한국에 좋아하는 감독들이 너무 많 " 사실 촬영에 큰 차이는 없어요 . 쓰는 언어가 다르다는게 차이랄까요 ? 커뮤 아요 . 이창동 감독님 , 봉준호 감독님 , 니케이션 할 때 불편함은 있었지만 현홍상수 감독님의 작품은 다 좋아해요 . 장 자체에서는 큰 차이를 느끼지 못했하나만 꼽기가 힘들어요 . 한국 영화는 어요 . 아 , 한가지 생각나는게 있어요일본 . 일영화나 , 할리우드 영화와 달리 보 본 촬영 현장에서는 도시락을 주로 먹는 사람을 한정짓지 않는 것 같아요 . 는데 ' 최악의 하루 ' 촬영 현장에서는전식세계 어느 나라 어떤 사람이든 볼 당을 빌려서 매일 따뜻한 밥을 먹을 수수 있는 영화를 만드는 것 같다고 할까 있어서 좋았어요 ."

요 ? 한국적인 소재를 가지고도 세계 모

이와세 료는 영화 속에서 최악의 하루 든 사람들이 볼 수 있고 공감하는 영화 를 보낸 은희의 하루에 단비 같은 존재를 만드는 것 같아서 특별해요 ." 다 . 힘들었던 하루를 보내고 다시 만난 이와세 료는 ' 한여름의 판타지아 ' 에서 두 사람의 마지막 모습은 진한 여운을김새벽과 호흡을 맞추고 이어 ' 최악의 하루 ' 에서 한예리와 호흡을 맞췄다 . 두 남긴다 . 이와세 료는 함께 호흡을 맞춘 사람과의 연기 호흡이 너무나 좋았다 한예리에 대해 칭찬을 늘어놓으며 감 사함을 전했다 .

는 그에게 또 함께 호흡을 맞추고 싶은

"( 한예리씨와는 ) 서로 쓰는 말이 다르 한국 배우가 있느냐고 물었다 . 기 때문에 촬영장에서는 일본어와 영 " 배두나씨와 함께 작업하고 싶어요 . 어를 섞어 쓰고 보디 랭기지도 하면서배두나씨가 일본에서도 인기가 많거든 열심히 대화를 나눴다 . 굉장히 벽이 없 요 . 언젠가 꼭 같이 영화를 찍어보고 싶 는 느낌을 받았다 . 한예리가 먼저 거리 어요 ." 를 좁히려고 다가오고 대화를 걸어주 대학교 4 학년 때 영화 동아리를 하며 셔서 잘 소통 된 것 같다 . 너무나 좋은 연기의 재미를 알게 됐고 , 23 살 때 처 배우다 .

감사하다 ."

음 연기를 시작했다는 이와세 료 . 연극

이와세 료는 김종관 감독과도 호흡이무대와 스크린을 오가며 활발히 활동 좋았다고 말했다 . 서로 다른 나라의 영 중인 그는 보여준 것보다 보여줄 것이 가지 반응이 나오는 것 같아요 . 재밌게 ' 최악의 하루 ' 는 최선을 다했지만 최악 화배우와 감독이 그처럼 함께 친해질 더 많은 배우다 . 이 되어버린 은희 ( 한예리 분 ) 의 하루와 봐주시면 좋겠어요 ." 수 있었던 데는 ' 술 ' 이 있었다 . " 다음 작품은 일본 연극이에요 . 당분 그녀와 세 남자의 늦여름 하루의 데이 이와세 료는 ' 한여름밤의 판타지아 ' "에김종관 감독님과 즐겁게 촬영했어요 간은 . 연극에 매진 하겠지만 , 나중에 또 이어 ' 최악의 하루 ' 까지 한국 영화에저와 연 커뮤니케이션을 잘 하려고 계속 트를 담은 로맨스 드라마다 . 이와세 료 기회가 된다면 한국영화에 다시 출연 는 영화 속에서 일본인 소설가 료헤이이어 출연하며 한국사람에게도 친숙한 노력하셨죠 . 촬영 하면서 거의 매일같 하고 싶어요 . 하하 ." 역할로 한예리와 호흡을 맞춘다 . 배우가 됐다 . 그는 연속으로 한국영화 지난 2014 년 ' 한여름의 판타지아에'(출연하게 감 된 계기를 묻는 질문에 ' 인 독 장건재 ) 를 통해 맺은 한국 영화에 연과 운 덕분 ' 이라고 답했다 . 처음 출연했던 이와세 료는 ' 최악의 하" 원래 한국영화를 좋아하고 유명한 영 루 ' 로 다시 한번 한국영화에 출연하게 화는 다 챙겨서 봐요 . 한국 영화에 출 연하게 된 것은 제 의지라기 보다는 운 됐다 . 두번째 한국영화에 출연한 이와 세 료를 만나 다시 한번 한국영화로 한이 겹친 거죠 . 연기자 생활을 해오면서 국 관객을 만나게 된 소감을 들었다 . 사실 해외에서 활동한 것이 드물었어 "2014 년 ' 한여름의 판타지아 ' 에 요 출연 . 연극무대 때문에 유럽에서 공연 한 한 인연으로 다시 또 한국영화에 출 적은 있지만 연출자는 일본인이었죠 . ' 연하게 돼 기분이 좋습니다 . 감독님이 한여름밤의 판타지아 ' 로 처음 외국 감 제 목소리와 분위기가 마음에 들었다 독 , 외국 스태프와 같이 촬영하다보니 고 하더라고요 . 한국 관객들은 일본에 까 제 시야도 넓어진 것 같았어요 . 그 비해서 반응이 뚜렷한 것 같아서 여러러다가 마친 ' 최악의 하루 ' 출연 제안을


함께 한 시간이 즐거웠어요 . 그래서 튼콜처럼 (촬 만드셨다고 해 너무 감사했 영 ) 끝나고 나서 눈물을 흘렸어요 . 많 죠 . 그렇게 하실지 생각 못했는데 감동 은 관심과 사랑 속에 잘 끝낸 것 같아 이었어요 . 요.

전 고

고 ▶ 모든 것을 포용해주는 여성상을 보 여주고 싶었어요 .

전도연은 지난 27 일 종영한 tvN 금토 의 진솔함으로 시청자들의 가슴을 찡

혜경이는 엄마이면서 아내이자 , 여자

드라마 ' 굿와이프 '( 극본 한상운 , 연출 하게이했다 . 법과 인간 사이에서 고뇌하 ▶ 처음에 ( 결말은 ) 혜경이가 기자회견 였죠 . 물론 ( 성스캔들 , 외도가 있던 ) 남 정효 ) 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많은 호 는 모습은 인상 깊었다 . 특히 남편 이태 장에 가지 않는 것이었어요 . 태준이라 편 태준을 용서한 것은 아니에요 . 하지 응을 얻었다 .

준과 자신이 변호사로 있는 MJ 로펌 대 는 인물과 야망을 이해하게 됐어요 . 15 만 포용해주고 싶었어요 . 태준은 그런

' 굿와이프 ' 는 검사 남편 이태준 ( 유지태 표이자 사법연수원 동기 서중원 ( 윤계상 년을 살면 미운 정 , 고운 정이 있죠 . 남자라고 혜 생각하고 말이죠 . 분 ) 이 정치 스캔들과 부정부패로 구속 분 ) 과 삼각멜로의 주인공으로 극적 긴 경이가 기자회견장에 가는 것을 두고 되자 결혼 후 일을 그만두었던 아내 김장감을 높이기도 했다 .

감독님이 걱정을 많이 하셨어요 . 그런

혜경 ( 전도연 분 ) 이 가정의 생계를 책임 2005 년 드라마 ' 프라하의 연인 ' 이후 모습은 혜경이가 모든 것을 포용하는 지기 위해 변호사로 복귀하면서 자신 안방극장 복귀를 성공적으로 마치며 게 ' 아닐까 싶어요 . 의 진정한 정체성을 찾아가는 법정 수칸의 여왕 ' 이자 배우로 진가를 또 한 번 사 드라마다 .

발휘한 전도연 . 그녀를 스타뉴스가 만

전도연이 극중 맡은 김혜경은 15 년났다 만 .

▶ 저한테 기특하고 감사했어요 . 4 부까 지 분량이 제가 90% 라고 할 정도로 많 았어요 . 그게 부담스러웠죠 . 또 이런 상

에 변호사로 복귀한 여자다 . 털털한 성

▶ 결말 지문에 ' 모든 캐릭터가 법정에 태로 16 부까지 달릴 수 있을지 모르겠

격에 배려심 있는 인물로 사법연수원

모여있다 ' 는 게 있었죠 . 감독님한테다고 어 감독님한테도 말했어요 . 나중에

동기 서중원 ( 윤계상 분 ) 과 치명적인 ▶ 멜잘 마쳤어요 . 분량 , 대사도 많았어 떻게 끝날 것인가 여쭤도 봤어요 . 태준 는 분량이 줄었죠 . 그럼에도 불구하고 로 , 자신의 진정한 삶을 찾아가며 시청 요 . 매일 도망치고 싶다는 생각을 했는 이도 어떻게 보면 악역이고 , 혜경이도 대사도 많았어요 . 자들의 호응을 받았다 .

데 막상 끝내고 나니까 도망치고 싶다나쁜 여자였다 . 중원 ( 윤계상 분 ) 역시

그녀는 법정에서 진실을 좇는 변호사는 마음보다 현장에서 배우 , 스태프와 불륜남의 이미지였는데 , 마지막에 커


전 ▶ 먼저 제가 생각하는 사랑은 판타지

인 것 같아요 . 현실에서 할 수 없는 , 느 낄 수 없는 거죠 . ' 굿와이프 ' 에서 사랑

은 현실적인 사랑이라고 생각해요 . 현 실과 책임에 집중된 감정이었죠 .

▶ 부담스러웠어요무식했기에 . 상을 받을 수 있었던 것 같아요 . 그 전에는

큰 상인 줄 몰랐죠 . 무식해서 상을 받 을 있었던 것 같아요 . 전에는 (' 칸의 여

▶ 저도 대본을 봤는데 반신반의 했어 요 . 서중원의 사연을 듣고 감싸주고 싶

왕 ' 을 ) 떨쳐내고 싶었는데 , 이제는 받아 들이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

었던 것 같아요 . 이 장면을 두고 감독

님한테 ' 욕망일까요 ?' 라고 묻기도 했는 데 , 촬영하고 나니 욕망은 아니라는 것 을 느꼈어요 .

▶ 잘 모르겠어요 . 저는 평범한 것 같 아요 . 너무 남편을 사랑하는 것 같지도 않아요 . 저는 어렸을 때는 제 인생 모든

▶( 유 ) 지태 씨는 사석 , 시사회에서 많 이 봤어요 . 서로 ( 연기 ) 감정의 기복이 컸죠 . 긴장감을 풀어주는 거는 지태 씨

게 사랑이라고 생각했고 , 사랑 없으면 죽을 것 같았죠 . 결혼 후 아이 낳고 보니까 결혼이 사

때문인 것 같아 놀라기도 했죠 . 윤계상

랑만으로 살 수 있는 게 아니었어요 . 중

은 챙겨주고 싶었어요 . 계상 씨는 처음

요한 거는 그냥 틀을 깨지 않는 한도에

봤는데 , 동생처럼 느껴졌어요 . 그리고 (

서 그 사람이 나를 믿어주면 그게 결

연기하면서 ) 서로가 서로를 챙겨줬죠 .

혼이지 않나 했고 , 그렇게 살고 있어요 .

또 그가 혜경이를 잘 받아줬어요 . 자기 박수 쳐주고 응원해 주고 싶었어요 . 는 한 게 없다고 하는데 저를 잘 담아 서 같이 연기할 줄 상상도 못했죠 . 오디 내 준 것 같아요 .

션 볼 때 봤는데 , 그 친구가 가진 에너

전 전

지가 좋아서 깜짝 놀랐어요 . 연기도 나 쁘지 않았고 , 생각했던 것보다 뛰어났

▶ 전도연스러운 선택을 응원하고 믿

던 친구였어요 . ( 촬영 ) 끝나고 감독님한

고 지켜봐주셨으면 좋겠어요 . 일도 , 사 테 얘기도 했지만 나나가 눈빛이 되게 ▶ 한 번도 생각해 본 적이 없어요 . 감 는 것도 열심히 살려고 해요 . 그런 배 좋았어요 . 또 스스로가 편견 , 선입견을 독님도 아직 어떤 얘기를 한 적이 없어우를 응원해주시고 , 믿고 지켜봐주셨 . . 그런데 배우들이 다 할까요 ? ▶ 그녀가 연기를 하는 친구가 아니어깼고 스스로 해낸 것이라고 생각해요 요 으면 좋겠어요 .


- 부정행위 운전면허 필기시험장 .

아있다 . 소장 ; 아이 아빠 어딨어 ?

된다 . 신혼여행을 가기 힘들 정도로 바 운영하는 아버지를 찾았다 . 뻐 동생에게 부탁하날 한다 .

현수 ; 어떤 여자와 결혼을 해야 행복

여 ; ................ " 내 대신 니가 다녀와 , 형부한텐 비밀 할 수 있을까요 ? 한 40 대 남자가 바로 뒤에 있는 20 대 소장 , 미혼모 젖 빠는 아이 모습 보며 로 하고 ~" 아버지 ; 풍만한 엉덩이와 가슴을 소 여성 수험생 답안지를 훔쳐보고 있었 다 . 감독관이 이를 발견한다 . " 거기 아저씨 ! 퇴장하세요 !" " 왜요 ?" " 부정행위 했잖아요 !" " 내가 언제요 ?" 감독관 , 여자를 가리킨다 .

고개를 저었다 .

아이가 몹시 건강하고 컸다 . 마치 튀-

의학용어 -

유한 여자면 OK! 야 현 ; 네 ??

환자 ; 선생님 , 제가 이렇게 아픈 이유 아 ; 그래야 , 애 잘 낳고 모유 먹일 수

기 같았다 .

가 뭡니까 ? 소장 ; 아이가 아주 이국적이다 . 아빨

있거든 . 소젖 먹일 순 없잖어

의사 ; 당신 몸은 지금 , 헤모글로빈에 현 ; 그리고 또 뭘 봐야 되지요 ?

찾아야 니가 학교를 다니지 .

바이러스 B4 기에다 인슐린과 DNA 합 아 ; 그 두가지만 철저히 봐 " 뒤에 앉아 있는 여자의 답안지 들여 여 ; 그 짐승 ! 을 왜 찾아요 ! 현 ; 한우 고르는 방법과 똑같군요 . 다봤잖아요 . 그것도 아주 자세히 !" 소장 ; 어디에 있어 ? 성이 뭐니 ? 성의 ~ 환자 ; 선생님 ! 쉽게 설명해주세요 .

여 ; 침~ " 아니에요 . 난 답안지 안들여다봤습 소장 ; 역시 외국인 모양이군 ~~ 니다 " 오리발 내미는 남자와 더 이상 티

의사 ; 당신 , 오래 못 살아 .

- 수석연구원 -

격태격 할 수없어 여자 수험생에게 직 미혼모는 약도와 전화번호를 주며 거 환자 ; 다시 어렵게 설명해주시지요 .민간수석연구소에서연구원을 모집 중이다 . 접 묻는 감독관 , " 아가씨 앞에 아저씨기에 가보라는 말과 함께 아이를 소장

- 복음 한 여자가 찾아왔다 . 에게 건네주었다 . 가 답안지 봤지요 ?" " 아니에요 . 저 아저 복음의 방법은 여러가지 . 면접관은 소장 . 사연인즉슨 , 이 여중생은 작년 여름에 씬 제 답안지 안 봤어요 " 여자는 자신의 스커트 쪽으로 머리를서울대공원에 친구들과함께 놀러가 장 자신의 주특기를 이용하는 경우도 있소장 ; 컴퓨터 잘 하나요 ?

여 ; 잘 모릅니다 . 난치다가 그만 침팬지가 있는 우리 안다 . 전직가수는 노래로 , 전직마술사는 마소장 ; 컴맹이군 . 그럼 , 돌에 대해 잘 " 저 아저씬 제 답안지 대신 저의 치마에 떨어져 사육사없이 1 시간가량 우리

조아린다 .

술로 복음전파에 힘쓸 수 있다 . 그러나 아나 ? 안을 들여다 봤습니다 . 아주 자세히 "안에 갇혀 있었던 것이다 . 때마침 침팬 전직 창녀는 주특기 살리기가 힘들다 .여 ; 잘 모릅니다 . 입사해서 공부할 게 지는 발정기였고 . 감독관 왈 , 전도는 앉으나 서나 항상 해야 하기 때요 " 그것도 부정행위이네 , 어쨌거나 .. 여 잘 성희롱했으니까 퇴장해요 !"

- 쌍둥이 -

문이다 .

결혼을 앞둔 우수정은 몹시 바쁜 방

소장 ; 돌맹 ( 멩 ) 이군 ! 결혼했나 ? 내 눈 엔 색시로 보이는데 ..

-태 여자 고르는 법 송인이며 , 일란성쌍둥이다 . 5 분 늦게 감히 , 면접관 말을 교정하는 여자 , 여 ; 색맹이군 ! 여중생 미혼모가 성상담소 소장과 앉어난 동생과 너무 똑같다 . 구분이 통 안맞선 보러 나가기 전에 현수가 정육점

- 터프한 아이 아빠 -


에 도움이 되는 요인이다 .

■ 정확한 피니시

티를 높게 꽂으면 임팩트 각도가 평평임팩트 구간부터 피니시에 이르기까 해지면서 드로샷이 나오게 된다 .

지 몸통을 공격적으로 회전한다 .

동작을 마쳤을 때 체중을 왼쪽에 싣 대부분의 PGA 투어 선수들은 페이드 샷을 선호하기 때문에 티를 상당히 낮고 허리를 곧게 편 상태로 오른쪽 어 게 꽂는 경향이 있다 .

깨가 왼발 바로 위에 놓이면서 전체적 으로 몸이 대문자 ‘ I’ 형태가 돼야한다 .

■ 몸의 중심 옮기기

등을 구부릴 경우 오르막 아크에서

볼을 맞힐 가능성이 높은데 , 그러면 드 척추의 각도나 정렬 상태를 바꾸지 않 은 채 머리와 흉골이 볼에 더가까워지로샷이 나오기 쉽다 . 타깃을 향해 몸을 측면으로 과감하게 움직이면 페이스 도록 상체를 왼쪽 , 즉 타깃방향으로 옮 가 약간 오픈되면서 높은 페이드샷으 긴다 . 볼을 기준으로 상체가 더 중심에 로 페어웨이에 볼을 안착시킬 확률이 놓였기 때문에 백스윙과 임팩트 접근 각도가 더 가팔라지면서 볼을 더 강하더 높아진다 . 게 압착할 수있게 된다 .

최근 몇 년 사이에 매스터스에서 왼 페이드샷은 페어웨이를 벗어나지 않는 손잡이 골퍼들이 두각을 나타내고있는 경향이 있다 . 데 , 필 미켈슨의 3 승을 포함해 2003그렇다면 년 페어웨이 적중률을 높여줄 이후로 왼손잡이 골퍼들이 6 승을 챙겨 몇 가지 핵심 사항에 대해 알아보자 . 갔다 . 한 가지 이유로는 오른쪽에서 왼 쪽 방향의 샷이 유리한 오거스타내셔 ■ 티를 낮게 널에서 티샷으로 페이드를 구사할 수 티샷을 할 때 볼의 윗부분이 페이스 있는 이들의 능력을 꼽을 수 있다 .

상단선과 거의 평행이 되도록 해야 한

의도적인 페이드샷이 드로샷에 비해 다 . 이런 식으로 티를 낮게 꽂으면 내리 런이 짧을지 모르지만 , 샷거리는 그에 막 아크에서 볼을 맞히면서 볼을 압착 못지않다 . 뿐만 아니라 크게 휘어지는 하는 효과를 높일 수있는데 , 페이드샷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름과 사진 등 신상을 공개하는 계정으으로 선정했고 , 상대적 박탈감이나 질 로 유명세를 타며 일반인은 물론 연예투로 범행을 시작한 것으로 드러났다 . 인의 실명 , 사진까지 무차별 공개했던 정씨는 ' 강남패치 ' 계정이 사용 정지되 이들 운영자들은 대부분 제보에 의존 자 30 여차례에 걸쳐 계정 이름을 바꿔 한 채 사실관계 확인 없이 글을 올렸던가며 경찰의 추적을 피하는가 하면 , " 훼 것으로 확인됐다 .

손될 명예가 있으면 날 고소하라 " 며 피

피해를 입은 연예인들도 수십 명에 달 해자들을 조롱하기도 했다 . 또 ' 한남패 한다 . 강남 유흥업소를 중심으로 종사 치 ' 운영자에게 제보 자료를 넘기는 등 자 신상 , 사건사고 등을 폭로하면서 배 각종 폭로의 시발점이 됐다 . 경찰은 정 우와 아이돌 스타 , 방송인 등이 실명과 보 입수 경로 , 다른 모방범죄와의 관련 성 등에 대해 추가 수사를 벌여 구속영 함께 거론돼 파장을 일으켰다 . 사실관 계 확인 없는 유명인 관련 폭로는 ' 패장 청구 여부를 검토하는 한편 , 공범 B 치 ' 계정들의 화제성을 높이는 데 일조 씨 검거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 했다 . 한편 서울 강남경찰서는 인스타 같은날 서울 수서경찰서는 ' 한남패치 ' 그램 ' 강남패치 ' 계정에 100 여명의운영자 개인 양모씨 (28· 여 ) 와 블로그 운영자 신상과 사생활을 폭로하는 사진 등 허김모씨 (28) 를 불구속 입건했다 . 양씨는 위사실을 유포한 혐의 ( 정보통신망 지난 이 6 월 24~29 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 한남패치 ' 를 계정 3 개와 닉네임 11 개를 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 ) 로 정모씨 (24 세 , 여 ) 를 검거했다 활용하며 운영해 온 혐의다 . 김씨는 ' 강 고 30 일 밝혔다 . 정씨는 지난 5 월 초 남패치 인 ' 와 ' 한남패치 ' 계정에 작성된 사 스타그램에 ' 강남패치 ' 계정을 개설진과 , 약 글을 자신이 운영하는 사이트에 한달간 100 여명의 과거 경력과 사진옮긴 등 뒤 삭제를 요구하는 피해자에게 신상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해 명예 가상화폐인 200 만원 상당의 비트코인 이른바 ' 강남패치 ', ' 한남패치 ' 등의 받고 운 있다 .

를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 경찰조사 을 보낼 것을 요구한 혐의도 함께 받고

영자들이 속속 경찰에 검거되며 일반 뉴스 1 에 따르면 경찰은 ' 강남패치 결과 ' 와 '정씨는 사람들의 관심을 끌기 위있다 . ' 오메가패치 ' 등 모방 계정들에 대 인과 연예인을 막론하고 신상 폭로에 한남패치 ' 운영자들을 각각 검거했다고 해 유흥업소 종사자나 연예계 · 스포츠 해서도 인스타그램 측의 협조로 원활 앞장선 이들 폭로성 SNS 가 다시 주목 30 일 밝혔다 . 유흥업소 종사자 등의계 이 관계자 등 유명 인물을 범행 대상 히 수사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


케이블채널 tvN 드라마 ' 막돼먹은준화 영 PD 는 이번 작품에서도 원작을 애씨 ' 부터 ' 식샤를 합시다 ' 까지 그의 코믹 작 요소를 곁들여 재해석하는 데 성 품에는 인물을 향한 따뜻한 감성이 느공했다 . 박준화 PD 는 퇴마사와 귀신의 껴진다 .

만남을 다룬 원작의 독특한 설정에 끌

코믹한 요소를 적재적소에 넣은 연출렸다고 털어놨다 . 도 빼놓을 수 없다 .

" 대본을 처음 봤을 때 연출할 때 여

박준화 PD(43) 는 이번에 tvN 월화드 러 가지 시도를 해볼 수 있겠다는 생 라마 ' 싸우자 귀신아 ' 를 연출했다각에 . ' 싸정말 재밌을 것 같았어요 . 설정 우자 귀신아 ' 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 자체가 독특했죠 . 어떤 형태로 드라마 로 한 작품으로 귀신을 보는 능력을 없 안에서 표현할 수 있을까 고민하는 게 앨 돈을 벌기 위해 귀신을 때려잡는 허 연출 입장에서는 재밌어요 . 그런 면에 당 퇴마사 박봉팔 ( 옥택연 분 ) 과 수능 서 재밌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선택하 을 못 치른 한으로 귀신이 된 여고생 게 됐어요 ." 오지랖 귀신 김현지 ( 김소현 분 ) 가 동고 박준화 PD 가 이번 작품에서도 코믹 동락하며 함께 귀신을 쫓는 이야기를요소를 놓지 않은 건 귀신이라는 소재 다룬다 .

도 한몫했다 . 시청자가 공포심 때문에

' 싸우자 귀신아 ' 역시 박준화 PD 만의 작품을 보지 않는 진입 장벽이 있기 때 색이 고스란히 드러나는 작품이다 . 박 문 . 박준화 PD 는 코믹 요소를 가미해


전 · 면 · 광 · 고


공포를 해소하려고 노력했다 . " 귀신을 표현하는 건 무섭게 하는 게

시다 ' 시즌 1 과 2 로 배우의 입지를 다졌 다 . ' 식샤를 합시다 2' 에서 발랄하면서도

답이라 코믹을 가미했어요 . 코믹이 없

내면의 깊은 상처를 진솔하게 그려냈

으며 무거운 분위기가 해소되지 않아

던 서현진은 차기작인 ' 또 오해영 ' 을 통

요 . 천상 ( 강기영 분 ) 과 인랑 ( 이다윗 분 )

해 진가를 드러냈다 .

이라는 캐릭터가 생긴 이유도 마찬가지

박준화 PD 는 이번에 김소현 , 옥택연

예요 . 명철 스님 ( 김상호 분 ) 도 ( 원작에

과 손을 잡았다 . 방송 전 김소현은 아역

서 ) 그렇게 많이 나오지 않는데 봉팔의

과 성인 연기자의 경계선 , 옥택연은 아

과거를 보여주고 그에게 객관적인 애정

이돌과 배우의 경계선에 서 있었던 상

과 주관적인 애정이 공존하는 사람이

황 . 하지만 이번 작품을 통해 김소현은

누가 있을까 했을 때 스님이면 가능하

성인 연기자로서 가능성을 보여줬고 옥

겠구나 싶어서 캐릭터를 보강했어요 ."

택연은 ' 연기돌 ' 이 아닌 연기자로 거듭

' 싸우자 귀신아 ' 에서는 코믹 요소 말

났다 . 박준화 PD 는 김소현을 위해서 원

고도 맛깔스럽게 요리를 조명하는 모

작 여주인공 캐릭터를 조금 더 사랑스

습에서 박준화 PD 의 전작인 ' 식샤를

럽게 바꿨다 .

합시다 ' 를 떠오르게 한다 . 여기에 봉팔

" 웹툰 이미지 그대로를 차용하는 게

이라는 인물은 부모 없이 오랫동안 홀

나쁘지 않지만 웹툰을 보고 드라마를

로 살아왔기에 요리까지 잘한다 . 박준

보는 분들을 위해선 다름이 필요하다

화 PD 는 봉팔이 살아온 과정을 그의

고 생각했어요 . 웹툰을 기반으로 구현

요리 실력에서 느껴지게 하고 싶었다고

하는 노력은 해야 하죠 . 여태까지 기존

털어놨다 .

에 했던 드라마 속 역할은 실제 연기자

" 저희 드라마에서 봉팔은 음식을 잘

들이 본인의 색을 잘 낼 수 있게 해왔

할 수밖에 없는 입장이라고 생각해요 .

어요 . ( 김 ) 소현이를 SBS 드라마 ' 너의

남자아이가 요리를 잘하는 건 그 나이

목소리가 들려 ' 에서 처음 봤는데 연기

에 슬픈 일이고 살아온 과정을 보여줄

를 잘하더라고요 . 어린 배우인데 저렇

수 있는 포인트라고 생각했어요 . 봉팔

게 연기를 잘할 수 있나 싶었어요 . 그다

이라는 친구가 현지에게 잘해줄 수 있

음에 이번에 처음 만났는데 밝은 모습

는 게 하나도 없어요 . 현지가 필요해서

을 가지고 있는 친구라 그런 모습 구현

봉팔이 옆에 있는 거라 봉팔이가 구태 됐으면 했어요 . 이 친구가 어리지만 여 왜 김소현 · 옥택연 · 권율이었나 ..'성스러운 싸우 식으로 하는 게 좋겠다고 생각했죠 . 봉 여 뭘 해주기가 애매해요 . 그런데 캐릭 색깔이 있고 귀여운 느낌이라

자 귀신아 'PD 답했다 터를 보면 알겠지만 현지는 잿밥도 못팔이라는 캐릭터가 다정다감한 느낌은 이 아이가 가지고 있는 부분이 드라마 먹었던 설정이라 먹는 것에 대한 게 강아닌데 이 아이가 여심을 자극하는 부 박준화 PD(43) 는 그동안 다양한 배우 에 구현됐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어요 ."

분이 음식을 만들어주는 게 아닌가 생들을 발굴했다 . 비스트의 멤버 윤두준김소현은 사랑스러운 귀신 김현지를 해요 . 봉팔이 혼자 살고 ( 현지가 ) 먹는 은 케이블채널 tvN 드라마 ' 식샤를 표현하는 합 걸 좋아한다는 걸 알았다면 포상을 음각했어요 ." 데 모자람이 없었다 . 박준화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PD 는 이번 작품을 통해 김소현이라는

률이 떨어졌는데도 촬영을 기분 좋게

배우의 가능성을 느꼈다고 밝혔다 .

나갔어요 ."

" 김소현이라는 연기자는 그 나잇대 감

' 싸우자 귀신아 ' 의 또 한 명의 주역은

성 안에서 감성 연기가 자연스러워요 .

바로 권율이다 . 권율은 ' 식샤를 합시다 '

연기를 할 때 디테일한 표정 변화로 의

시즌 2 에 이어 박준화 PD 와 두 번째 호

미에 변화를 주는 부분이 있는데 잘하

흡을 맞추게 됐다 . ' 식샤를 합시다 ' 시즌

더라고요 . 뭐가 되도 되겠다는 생각을

2 에서 훈남 공무원 이상우로 분했던

계속하고 있어요 . 사람을 대하는 자세

그는 이번 작품에서 악귀가 씐 주혜성

가 성실하고 바르고 모범적이에요 . 지

역을 맡아 제대로 악역으로 변신했다 .

금도 잘되고 있지만 여배우로서 모습

" 권율이 훈남 이미지 때문에 그런 연

을 구현하는 게 짧은 시간 안에 이뤄지

기를 할 때 더욱 소름 끼칠 것이라고 생

겠다고 생각했어요 . 제가 아역은 그만

각했어요 . 기본적으로 권율이라는 연

해도 될 것 같다고 말해줬죠 ."

깔이 리얼리티 프로그램에서는 밝았지박준화 PD 는 옥택연의 연기에 대한 기자가 연기 잘한다고 생각해요 . 기회

박준화 PD 는 봉팔 역에 옥택연을 캐만 드라마에서는 어두운 역을 주로 했호평에 시청률이 떨어진 날에도 즐겁 만 있다면 훈훈함 뿐만 아니라 다른 색 어요 . 밝은 면과 어두운 면을 충분히 게 표 촬영을 나갈 수 있었다고 회상했다의 . 연기를 잘할 것 같았죠 . 액션을 그렇 스팅한 이유로 그의 양면적 이미지를 현할 수 있겠다고 생각했죠 . 저희 드라 " 시청률은 떨어졌는데 기분이 좋았던 꼽았다 . 옥택연은 밝은 면과 어두운 면 게 잘할지는 몰랐어요 . 11 분 동안 택연 기억이 있어요 . 12 회 이후에 ' 옥택연 연 이 공존하는 인물을 잘 소화하며 박준마에서 봉팔과 현지의 관계가 밝기만 과, 권율이 대역 없이 액션 연기를 했는 . 거듭났다 ' 라는 기사가 많이 나 데 액션까지 잘했어요 . 그런 부분에서 화 PD 의 선택이 틀리지 않았음을 한 증게 아니라 이야기 자체는 어두워요기자로 명했다 .

2 가지를 보여줄 수 있는 친구는 택연이 왔어요 . 택연이가 연기를 잘했는데 연 다양한 색을 가지고 있는 연기자라고

" 택연이는 기존에 그가 갖고 있던 색적임이라고 생각했죠 ."

기자로 거듭났다는 기사를 봐서 시청 느꼈어요 ."

를 오랫동안 동경해왔던 팬이었다 . ' 찬 호 바라기 ' 다 . 남남 케미스트리가 있 다 " 라고 밝혔다 . 여성 출연진 중 솔비와 서인영의 군 도전기는 시청자들의 관심을 한몸에 MBC 예능 프로그램 ' 일밤 - 화제를 진짜 모은 바 있다 .

같다 " 라고 설명했다 .

받고 있다 . 김민종 PD 는 " 솔비 씨는

사나이 2'( 이하 ' 진짜 사나이 ') 의 김민 김민종 PD 는 " 해군이 육군과 다르 성장하고 4 차원이긴 한데 여리다 . 마 김민종 PD 는 박찬호와 이시영의 경 종 PD 가 향후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 다 . 오랜만에 해군에 간 것이고 부사 음이 의외로 여려 초반에 정신적으로 쟁 관계와 박찬호와 이태성의 남남 케 다 . 김민종 PD 는 23 일 오전 스타뉴스 관은 처음 간 것 " 이라며 " 부사관만의 미스트리를 관전 포인트로 꼽았다 . 힘들어하는데 훈련을 받으면서 단단 에 " 지난 주에는 예고였고 본격적으 독특한 문화도 볼 수 있고 부사관이 그는 " 체력적으로 이시영 씨가 남자 해지고 강해지고 여전사가 돼가는 모 로 이들의 군 생활이 시작된다 " 라고규율과 훈련 강도가 세서 강도 높은 들에게 뒤지지 않고 잘하는 모습이 습을 볼 수 있다 " 라고 귀띔했다 . 밝혔다 . 앞서 지난 21 일 오후 방송된 훈련을 소화하게 된다 " 라고 예고했다 . 보여서 박찬호 씨와 경쟁 관계라고 말그는 " 서인영 씨는 정말 센 언니인데 ' 진짜 사나이 ' 에서는 해군 부사관 편그는 " 남녀가 함께한 게 처음이어서 했던 것 " 이라며 " 이시영 씨는 ' 진짜 센사 언니가 군 적응할 수 있을까 싶었 이 처음으로 전파를 탔다 . 해군 부사 새로운 모습과 멤버들 간의 케미스트 다 . 하지만 갔더니 교관이 더 세서 서 나이 ' 에서 못 봤던 캐릭터가 나올 것 관 편은 박찬호 , 김정태 , 이태성 , 리가 박재 보일 것 " 이라며 " 멤버들 사이의 같다 " 라고 말했다 .

인영 씨가 순한 양이 된다 . 그렇게 센

정 , 양상국 , 줄리안 , 이시영 , 서인영 케미스트리와 , 솔 경쟁이 있다 . 같은 훈련 이와 함께 김민종 PD 는 " 이태성 ,언니였던 박 서인영이 순한 양이 되는 모 비 , 러블리즈 서지수 등 남녀가 방송 을 받아도 남녀가 다른 모습이 나온 찬호 씨의 케미스트리가 있다 . 이태성 습이 새롭게 재밌었다 . 그런 모습이 최초로 함께 입대해 방송 전부터 큰 다 . 그런 걸 비교하는 재미가 있을 것 씨가 야구 선수 출신이라 박찬호 씨 많이 보일 것 " 이라고 덧붙였다 .


전 · 면 · 광 · 고


임수향은 23 일 스타뉴스와 만난 자리에서 ' 아이가 했던 게 늘 아쉽다 " 고 털어놨다 . 그녀는 극중 안우연 ( 김태민 다섯 ' 을 끝낸 소감에 대해 " 아직 실감이 안 난다역" 고 ) 과 결혼하는 것으로 끝나지 않은 결말과 관련 " 저는 사실 말했다 . 임수향은 지난 21 일 54 회로 종영한웨딩드레스를 ' 아이 입는 거에 반대 입장이었다 . 그래서 이번 결말 가 다섯 ' 에서 장진주 역으로 출연했다 .

이 더 좋았던 것 같다 " 며 " 극중 다른 커플 ( 성훈 ( 김상민 역 ),

장진주는 이상태 ( 안재욱 분 ) 의 처제이자신혜선 그 ( 이연태 역 )) 은 자신들이 결혼을 할 수 있는 경제적으 의 여동생 이연태 ( 신혜선 분 ) 와 고등학교로동능력이 있었다 . 하지만 저희는 그럴 입장이 아니었다 . 지 창이다 . 그녀는 대학 졸업반으로 부모님에게 원을 받아야 했는데 , 그렇게 결혼하면 무책임한 사람들 같 용돈 받으며 생활하는 철부지였지만 김태민 아 보였다 . 그래서 열린 결말을 두고 ' 행복하게 잘 살았다 ' 는 ( 안우연 분 ) 을 사랑하면서 서서히 변하는 내용이 오히려 저는 좋았다 " 고 말했다 .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임수향은 ' 아이가 다섯 ' 이 자신에게 뜻깊은 작품이었다면 다 . ' 아이가 다섯 ' 의 종영이 아쉽기만 한 서그 " 선생님들과 긴 호흡을 하니까 연기적으로도 많이 배울 녀는 " 이번 주에 방송을 안 하면 ( 종영했 수 있었다 " 며 " 또 현장에서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더 알 다는 게 ) 실감 날 것 같다 " 며 " 이렇게 게긴 됐다 . 무엇보다 그동안 제가 어두운 캐릭터를 많이 했었 호흡의 드라마가 좋았다 . 예전에 ' 신기생 는데 , 이번 작품을 통해 ' 임수향도 저렇게 밝은 캐릭터를 할 뎐 ' 을 할 때는 극 분위기에서 빠져나오수 있었구나 ' 라는 시청자들의 평가를 받을 수 있어서 좋았 는 게 쉽지 않았다 . 지금도 힘들지만 적응 다 " 고 밝혔다 . 한 것 같다 . 종영하니 섭섭하다 " 고 밝혔다 임수향은 . " 이번 작품을 통해 시청자들이 많이 다가 와 주 임수향은 자신이 섭섭해 하는 부분에 대셨다 . 예전에 작품 할 때와는 확실히 달랐다 " 며 " 극중 캐릭 해서는 " 예전에 작품할 때도 마찬가지였지 터가 밝고 , 철이 없어서 초반에는 어색했는데 촬영을 거듭할 만 더 잘 할 수 있다는 생각이 든다 " 며 " 제가 수록 저도 즐거운 마음으로 할 수 있었다 " 고 털어놨다 . 이어 모니터를 되게 많이 한다 . 반복해서 하는데 연기 "' 아이가 다섯 ' 을 통해 제 정신 건강도 훨씬 밝아진 것 같다 .


재미있고 행복했었다 " 고 덧붙였다 .

력하겠다 " 고 말했다 . 임수향은 ' 아이가 다섯 ' 에서 성훈과 신혜

임수향 " 성훈 · 신혜선 , 실제 연인 가능성 선이 실제 연인을 방불케 할 정도로 다정한 없어요 " 모습을 보인 것에 대해 "' 해피투게더 3' 에도 임수향은 ' 아이가 다섯 ' 에서 극 초반 친구 나왔는데 , 진짜 촬영 때는 다정했다 " 며 " 하 ( 이연태 ) 가 짝사랑하는 남자를 빼앗았다는 지만 실제 둘이 이뤄질 가능성은 없다 . 성훈 내용으로 시청자들의 미움을 사기도 했다오빠랑 . 예전에 같이 작품을 했었는데 , 오빠 이에 그녀는 " 진주는 연태의 남자를 뺏은 가 캐릭터에 워낙 빠지다보니까 그런 것 " 이 적이 없다 " 며 " 만약에 연태가 태민이를 라고 좋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 아하는 것을 미리 알았다면 서로 잘 되게 ' 아이가 다섯 ' 이후 연기 외에 예능 프로 그램에도 출연하고 싶다는 그녀는 " 보여드 연결해줬을 성격이다 . 하지만 태민이와 진 주의 관계가 깊어져 어쩔 수 없었다 . 제가 릴 게 많은 것 같다 . 이제 조금 더 시청자 보기에도 살짝 얄미워서 캐릭터를 어떻게 들에게 친근하게 다가서고 싶다 " 며 " 작품만 표현할까 고민을 많이 했었다 " 고 말했다하면 . 시청자들이 극중 캐릭터로만 안다 . 저 임수향은 이연태 역의 신혜선이 성훈 ( 김상 또한 작품 속 제 모습이 저인 줄 아신다 " 고 민 역 ) 과 달달한 러브라인으로 시청자들의 말했다 . 많은 사랑을 받은 것에 대해 " 어머니들은 임수향은 " 저는 작품 속 제가 보여드린 모 습 외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 그 연태를 좋아하셨던 것 같아요 . 반면 며느리 들이 장진주를 좋아했다고 하더라고요 . 게 특 예능 프로그램이든 , 연기든 많은 것을 보 히 태민 어머니 ( 박해미 분 ) 과 때로 돌직구 여드리고 싶다 " 며 " 다음 작품에서도 좋은 를 던지니까 속 시원하다고 며느리들이 좋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 " 고 밝혔다 . 아해 주신 것 같다 " 고 밝혔다 .

임수향은 ' 아이가 다섯 ' 이후 차기작으로 "

그녀는 훗날 극중 상황처럼 결혼할 남자의 사극을 꼭 한 번 해보고 싶다 " 며 " 사극을 통 어머님이 반대를 할 때 어떻게 처신할 것인 해 또 다른 저의 매력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 . 아무쪼록 앞으로 어떤 캐릭터를 지 묻자 " 저는 진주처럼 어머니라고 부르지 말라고 했다고 아주머니라고 부르지는 않하든지 최선을 다해 시청자들에게 다가갈 을 것 " 이라며 " 저는 계속 설득하기 위해수 노있도록 하겠다 . 기대해 달라 " 고 말했다 .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SBS 예능 프로그램 ' 토요일이 좋다 도 출연했던 건 아이들과 추억과 성장 - 오 마이 베이비 '( 이하 ' 오 마이 베이 하는 모습을 담고 싶었기 때문이었다 " 비 ') PD 가 시청자들에게 감사함을 표 라고 설명했다 . 현했다 .

' 오 마이 베이비 ' 는 지난 2014 년 1 월

' 오 마이 베이비 ' PD 는 20 일 오전13 스 일부터 첫 방송돼 2 년을 훌쩍 넘는 타뉴스에 " 아쉽고 섭섭하다 . 아이들의 시간 시청자들과 호흡했다 . 그는 가장 더 자라나는 모습을 못 보게 돼서 아 기억에 남는 순간으로 합동 촬영을 꼽 쉽다 . 다른 방식으로 더 좋은 예능이 았다 . 그는 " 서우와 라둥이 , 태오와 태 나와서 시청자들을 즐겁게 해줬으면 린 , 라둥이가 모였을 때가 기억에 많이 한다 " 라고 말했다 .

남는다 . 재밌고 시너지가 나오지 않았

' 오 마이 베이비 ' 는 육아 리얼리티 예 나 싶다 " 라고 설명했다 . 능 프로그램으로 슈 임효성 , 백도빈 정 ' 오 마이 베이비 ' PD 는 그동안 ' 오 마 시아 , 리키김 , 김소현 손준호 가족의 이일 베이비 ' 를 거쳐 간 모든 출연진이 소 상을 담아내며 사랑받았다 . 슈의 쌍둥 중하다고 털어놨다 . 그는 " 모든 아이들 이 딸 라둥이 ( 라희 , 라율 ), 백도빈 이 정시 소중하다 . 누구 하나 할 것 없이 다 아의 딸 서우 , 리키김의 아들 태오 등똑같이 소중하다 " 면서 " 시청자들도 라 각양각색 아이들의 성장을 그리며 재둥이는 라둥이대로서우는 서우대로 미를 안겼다 .

좋아했다 . 골고루 사랑해준 시청자들

그는 " 백도빈 , 슈 , 정태우 가족과 에게 종영 감사하다 . 새 가족이 들어올 때도 이 정해지고 식사를 했다 . 다들 아쉽 ' 누구 가족도 너무 예뻐요 ' 라고 긍정적 고 촬영날만 기다리고 좋아했는데 그으로 봐준 것이 감사했다 . 시청자분들 런 게 없어지니까 허무함을 느낀다고이 베풀어준 사랑에 감사하다 " 라고 덧 하더라 . 이들이 사생활을 공개하면서 붙였다 .


전 · 면 · 광 · 고


고 불러주셨으면 좋겠다 " 고 너스레를 떨었다 . 그녀는 자신의 뚱보 분장과 관 련 현장에서 함께 하는 박보검도 웃게 했다며 " 진짜 보검이도 많이 웃고 있다 . 제가 물만 먹어도 보검이 뿐만 아니라 주변 사람들이 웃는다 . 촬영장에서 웃 음을 만들어 내는 해피바이러스가 돼 기분 좋다 " 고 털어놨다 . 정혜성은 극중 오빠인 박보검과 호흡 에 대해서는 " 보검이를 극중에서나마 오빠로 두게 돼 기쁘다 . 실제 나이는 제 가 2 살 많다 " 며 " 하지만 현장에서는 보 검이가 진짜 오빠처럼 챙겨주고 있다 . 고맙다 " 고 말했다 . 정혜성은 앞으로 뚱보 분장을 언제 안 할지 모른다면서 " 언젠가 극중에서 살 을 뺄 수도 있고 , 그렇지 않을 수도 있 다 " 며 " 저는 어떻게 될지 모르지만 시 청자들께서 끝까지 ' 구르미 그린 달빛 ' 정혜성은 지난 22 일 첫 방송된 ' 구르 에 대해 " 이렇게까지 관심 가져주실 다 줄 " 고 밝혔다 . 미 그린 달빛 '( 극본 김민정 임예진 , 몰랐다 연출 . 얼떨떨하다 " 고 말했다 .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 . 곧 진지하면

서 재미있는 에피소드가 쏟아진다 . 기 정혜성은 방송 2 회만에 ' 뚱공주 ' 라는

김성윤 백상훈 , 제작 구르미그린달빛문 그녀는 " 이런 역할은 꼭 한 번 해보 수식어를 얻게 된 것에 대해 " 기분 좋대해 달라 " 고 밝혔다 . 한편 정혜성이 ' 구르미 그린 달빛 ' 에서 전사 KBS 미디어 ) 에서 왕세자 이영고 (박 싶었다 " 며 " 방송 전에 감독님이 공 다 . 방송 끝날 때까지 ' 뚱공주 ' 라고 불 보검 분 ) 의 여동생 명은 공주 역으로 식 홈페이지에 인물소개도 빼놓을 만 렸으면 좋겠다 " 고 말했다 .

맡은 명은 공주 역은 뽀얀 피부 , 오밀

등장 , 시청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고 큼 저를 꽁꽁 숨겨두셨었다 . 제작발표이어 " 근데 잘 보시면 뚱뚱하지는 않조밀한 이목구비가 예쁘지만 살에 감 춰져 빛을 보지 못하는 안타까운 사연 있다 . 정혜성은 ' 구르미 그린 달빛 회도 ' 등 가지 못했었는데 , 방송 후 시청자 은 것 같다 . 뚱뚱보다는 통통이다 . 괜찮 장 후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것들에게 많은 관심 받게 돼 기분이 좋 으시면 통통하다는 의미로 ' 통공주 ' 을 라 지녔다 .


전 · 면 · 광 · 고


뒤 베이컨으로 돌돌 말아 꼬치로 고정 한다 . 2 볼에 분량의 녹말가루와 달걀 흰자를 넣고 섞는다 . 3 ① 의 베이컨 떡 말이에 ②의 반죽을 살짝 묻혀 170℃ 로 예열한 식용유에 굽듯이 튀겨낸 뒤 체에 밭쳐 기름기를 빼고 꼬치를 제거 한다 . 4 양파와 주황 파프리카 , 노랑 파 프리카는 한 입 크기로 썬다 . 5 팬에 식 용유를 살짝 두르고 ④의 채소를 넣어 볶다가 녹말물을 제외한 분량의 소스 루 200g 씩 , 우유 4 큰술 , 설탕 약간 , 식 넣고 끓인다 . 부르르 끓어오르 재료를 용유 · 토마토케첩 · 머스터드 적당량 면 녹말물을 넣어가며 농도를 맞춘 뒤 만들기 -1 색색의 파프리카는 잘게 불을 다 끈다 . 6 그릇에 ③의 베이컨 떡말 진다 . 2 볼에 달걀과 우유를 넣고 섞다 이를 담고 ⑤의 소스와 함께 낸다 . 가 핫케이크가루를 넣어 다시 섞는다 .파티 메뉴를 아이와 함께 만들기 쉬 반죽의 멍울이 풀어지면 ①의 파프리 운 쿠키나 토르티야 피자 등으로 선택 카를 넣고 섞는다 . 3 꼬치에 비엔나소 하면 아이에게 즐거운 추억이 될 것이 시지를 꽂아 ②의 반죽을 살짝 묻힌 뒤다 . 완성된 음식을 컬러나 패턴이 화려 170℃ 로 예열한 식용유에 살짝 튀긴다 한 .접시에 담고 문구점에 파는 폼폼과 4 ③ 의 핫도그가 식으면 다시 ②의 반막대 사탕으로 테이블을 장식하면 화 죽을 입히고 빵가루를 묻혀 식용유에 사한 분위기의 파티 테이블이 완성된 노릇하게 튀긴다 . 5 ④ 의 핫도그를 체 다 . 여기에 손쉽게 만들 수 있는 페이퍼 에 밭쳐 기름기를 뺀 뒤 그릇에 담아 설 모빌을 더하면 파티 분위기는 더욱 업 탕을 솔솔 뿌린다 . 취향에 맞게 토마토 그레이드된다 . 케첩과 머스터드를 곁들인다 . 파티 테이블이라고 해서 여러가지 음포를 삼각형으로 오려 양쪽에 구멍을 식을 준비해야 하는 것은 아니다 . 메인 낸 뒤 끈에 꿰면 완성된다 . 끝에 방울베이컨 떡말이 튀김 재료 - 가래떡 3 줄 , 베이컨 9 장 , 꼬치 9 메뉴 2,3 가지에 장식만 더한다면 근사 을 달면 아기자기한 느낌이 배가되니 하게 완성할 수 있다 . 아이들이 좋아하 참고할 것 .

개 , 녹말가루 2 큰술 , 달걀흰자 2 개 분

는 핫도그와 튀김을 먹기 좋은 미니 사

량 , 주황 파프리카 · 노랑 파프리카 · 양파

꼬마 크로켓 핫도그 이즈로 만들되 , 색색의 파프리카를 잘

1/4 개씩 , 식용유 적당량 , 소스 ( 물 1 컵 ,

3 큰술 , 녹말물 2 큰술 , 간장 · 식초 1 게 다져 넣으면 채소를 싫어하는 아이 재료 - 비엔나소시지 · 꼬치 8 개씩 ,설탕 달걀 들도 맛있게 즐기게 된다 . 테이블을 장 1 개 , 주황 파프리카 · 노랑 파프리카작은술씩 · 빨강 ) 식할 때는 갈런드가 제격 . 색색의 부직 파프리카1/4 개씩핫케이크가루 , · 빵가 만들기 -1 가래떡은 6~7cm 길이로 썬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전 · 면 · 광 · 고

Vol872page118 224  
Vol872page118 224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