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e 1

COPYRIGHT 2018

Tel: (휴스턴) 832-366-7720 houston@koreadailytx.com

Friday, September 14, 2018 A

휴스턴 시민권자협회 신임 회장에 신현자 씨 추대 신현자 신임 회장, “한인 정치력신장 위해 노력할 것” … 11월 중간선거 적극 참여 위한 홍보 및 안내 계획 밝혀 전임 송규영 회장의 타계로 공석이 던 시민권자협회장에 신현자 부회 장이 추대됐다. 지난 11일(수) 오후 3시부터 휴 스턴 한인회관에서는 시민권자협회 (회장 신현자) 가 주관한 ‘시민권 자협회의 새로운 방향 모색을 위한 간담회’ 행사가 열렸다. 이날 모임에서는 문박부 부회장 은 “시민권자협회는 한인동포사회 의 정치력 향상을 목표로 유권자 등록, 메일투표, 한인조기투표일을 정해서 한인들이 투표하는 일을 돕 고 있다. 또한 영주권자들이 시민 권을 취득하도록 돕는 시민권반을 운영해 왔다”고 시민권자협회를 소 개했다. 이어 전임 송규영 회장의 타계로 공석이 된 새 회장에 현직인 신현 자 부회장을 추대하기로 했다고 밝 히고 참석한 10여명의 동의 의견을 얻어 신현자 회장을 새 시민권자협 회 회장으로 선포했다. 신임 신현자 시민권자협회장은 이날 취임인사를 통해 “시민권자협 회는 한인동포들이 이민자로 미국

을 가졌다. 이번 중간선거의 유권자 등록마 감은 10월 9일, 우편투표 신청마감 은 10월 26일이라고 밝힌 신회장 은 “이번 중간선거의 조기투표일은 10월 22일부터 11월 2일까지 해리 스카운티의 투표장 어디서나 투표 를 할 수 있다. 시민권자협회는 한 인조기투표일을 10월 28일(일) 오 후 1시부터 6시까지로 정했다. 한 인조기투표장소는 한인타운과 가까 운 Trini Mendenhall Sosa Cen-

신임 신현자 시민권자협회장 취임 행사에 참석한 한인동포들이 사진촬영을 했다.

땅에서 살면서 미국시민이 되는 것 을 돕는 단체이며, 시민이 된 우리 동포들이 미국사회에 잘 적응해 가 는 것을 돕고, 미국내에서 우리의 목소리를 투표로 대변하게 해 한인 들의 정치력을 향상하며 이익을 도

모하는 단체이다. 시민권자 협회를 한인사회가 필요로 하는 곳에서 꼭 필요한 일을 하는 단체로 만들어 나가겠다. 한인동포들의 지도와 격 려에 힘입어 더욱 좋은 한인사회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

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취임식을 마친 후 신현자 회장 은 참석자들과 시민권자협회의 새 로운 방향모색에 대해 논의하면서 오는 11월 6일에 개최되는 중간선 거 참여방법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

한미장학재단 남서부지역, 9월 29일(토) 2018년 제7회 장학금 수여식 연다 휴스턴 한인동포사회에서 후학들을 양성, 후원하는 한미장학재단(KASF) 남서부지 회(Interim President: John Yi)의 ‘제7회 2018년 장학금 수여식’이 오는 29일(토) 오 후 6시에 Highway290 & I-610 W에 위치 한 Sheraton Brookhollow Hotel에서 개 최된다. 2012년 새로이 출범한 남서부지부는, KASF의 여섯 번째 지부로써 총 다섯 개 주(텍사스, 루이지애나, 알칸사, 미시시피, 오클리호마 )를 관할하며 남서부지부의 본 부는 휴스턴에 두고 있다. KASF 남서부지회 현재까지 $226,000의

장학금을 132명의 학생들에게 수여해 왔다. 2018년 올해에도 엄정한 심사를 거쳐 선 정된 15명의 학생들에게 총 $30,000를 수여 할 예정이다. KASF는 자원 봉사자들에 의해 운영되는 비영리 단체로 미국 대학에서 학업을 수학 중인 한국인의 뿌리를 가진 학생들을 경제 적으로 돕기 위한 취지로 설립되었다. 1969년 워싱턴 DC의 작은 한미 공동체 리더들에 의해 지역 중심의 한정된 자금으 로 시작된 KASF는 이후 미국 내 한인 커 뮤니티의 급격한 성장과 더불어 현재 미국 전역 여섯 개의 지부로 확장되었다.

한미 법인 단체와 개인들의 소중한 기부 로 시작된 본 단체는 창립 이래 5 백만불 이상을 국내 전역 5,000명 이상의 학생들에 게 수여하였다. 한미장학재단은 자발적인 자원봉사자들 로 의해 운영되며, 도네이션 받은 모든 비 용은 전액 장학금으로 펀딩되는데, 남서부 지부에서도 행사준비를 위한 모임의 식비 와 음료비용도 참여한 인원들이 지불하고 재단의 예산은 행사집행에 사용되는 최소 한의 경비만 충당할 뿐 나머지는 모두 장학 금으로 운용하고 있다. 한미장학재단은 매년 4월1일부터 6월까

Full Gaspel Church of Houston 

Korean Christian Church of Houston

하나님과의 만남이 있는 곳 주일소그룹모임 주일오후성경공부

10:45am

담임목사 : 이지광

[ 예배 및 모임 / 담당자 안내 ] 주일:

8:30am(1부).

10:30am(2부)

EM:

주일 1pm.

금 8pm

[Pastor David Lee]

Youth:

주일 10:30am.

금 8pm

[Pastor Chris Burdios]

[홍형선 목사]

1:00pm

영유아/유초등부: 주일 10:30am.

2:00pm

청년부:

주일 10:30am.

새벽:

월~금 6am

수요일:

금요일(격주):

8pm

한글학교(학기중 토): 9:30am

어린이/청소년 주일학교 11:00am 수요예배

7:30pm

새벽예배 (화~토)

6:00am

지 한미장학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장학금 신청을 받고 재단 기준에 따른 심사 후 선 정된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한다. 장학금 신청은 대학생이상의 학생으로 경 제적으로 어려운 학생이나 장애가 있는 학 생 또는 장애인의 직계가족을 우선 선발한 다. 한국인의 피가 흐르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며, 조부모와 외조부모 중 한 명만 한국인이어도 신청이 가능하다. 한인 학생들의 학업을 위한 재정지원을 원하는 한인들은 아래 정보로 후원해 줄 것 을 요청했다. 온라인 도네이션 gofundme.com/KASFSWRC. 우편 KASF SWRC, P.O. Box 420242, Houston, TX 77242. 행사장 당일 후원은 체크 혹은 크레딧 카드만 가능.

휴스턴순복음교회

휴스턴한인교회 주일예배

ter(1414 Wirt Rd., Houston, TX 77055)이며 운전면허증 등 사진이 있는 신분증을 지참하실 것을 부탁 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신회장은 “참석해주 신 각 단체장들의 협조에 감사를 표하고 앞으로도 힘든 상황에 있 는 한인동포들을 위해서 그들의 목 소리가 되고 싶다. 앞으로 차세대 의 지도자들이 정계에 나가기 위한 발판이 되는 시민권자협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인사를 표했 다. 문의 신현자 281-703-3827, 유승 이덕용 기자 희 713-679-0570.

금(격주) 8pm 금(격주) 6:30pm

[김선민/유영재] [이권율 목사] 7:30pm

T. 713.937.7444

10410 Clay Rd. Houston, TX 77041

1520 Witte Rd. Houston, TX 77080 www.fghouston.com / fghouston1959@gmail.com

교회 713.468.2123 / Cell.832.433.8232

A


대표 전화(213)3682500 고객센터(213)3682600

2

COPYRIGHT 2018

Thursday, September 2018 A 2018년 9월 14일13, 금요일

종합

전자담배는전염병 청소년 흡연 폭증 FDA 미성년자 판매 강력 단속 1300개 업체에 무더기 경고문 과일맛 제품 판매 중단도 추진 한인 학부모들도 규제강화 촉구 학생들 공동구매 후 나눠 피워

청소년들의 전자담배 사용이 급 증하자 보건당국이 이를 전염 병으로 규정하고 불법판매에 대 한 강력한 단속을 천명했다 12일 연방식품의약청(FDA) 은 2017년에 비해 청소년들의 전 자담배 사용이 75% 이상 폭증했 다며 전국 1300개 판매소를 대상 으로 한 대대적인 단속 작전에 들 어간다고 밝혔다 FDA는 청소년에게 전자담배 를 판 월그린 월마트 세븐일레 븐 등 1300개의 오프라인 및 온라 인 매장에 경고문을 보내는가 하 면 반복적으로 불법판매를 해온 업소에는 최고 1만1000달러의 벌 금을 부과한 상태다 FDA는 한 발 더 나아가서 청 소년 전자담배 사용이 감소하지 않을 경우 생산 및 판매 금지 등 특단의 조치를 취할 수도 있다 고 생산업체에 경고문을 발송하

기도 했다 전자담배는 일반담배 와 달리 냄새가 나질 않아 덜 유 해한 것으로 잘못 알려져 있다 하지만 FDA는 물론 세계보건 기구(WHO) 등에서도 유해성분 이 적다는 근거가 없다며 일반담 배 수준의 위험성이 있는 것으로 발표했다 전자담배 제조사들은 주스맛 과일맛 캔디맛 등 청소년들을 현 혹할만한 향이 나는 제품을 앞다 투어 출시하며 청소년 흡연을 부 추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 라 FDA는 향이 첨가된 전자담배 판매를 중단하는 초강력 조치도 고려하고 있다 그러나 일반담배의 경우 유통 경로가 한정되어 있어 청소년 들이 구입하기 쉽지 않지만 전 자담배 판매를 규제하긴 쉽지 않다 실제로 기자가 J사 홈페이지에 서 전자담배의 구매를 시도한 결 과 21세 이하인지 이상인지 스스 로 선택하는 버튼 외에는 아무 런 제재가 없었다 다시 말해 청 소년이 21세 이상이라고 거짓말 을 하면 인터넷에서 쉽게 구매할 수 있다 또한 할인된 가격에 단체로 구 매한 뒤 친구들과 비용을 나누는 것도 일반적이라는 것이 학부모 들의 이야기다

FDA가 전자담배를 전염병이라고 지칭하며 청소년에 대한 불법적인 판매를 강력하게 단속하겠다고 천명했다 사진은 특 정기사와 관계없음

중앙포토

어바인한인학부모회 이우연 고 문은 한국은 청소년 흡연과 음 주에 대해 강력하게 단속을 하 는데 미국은 (자유를 존중해서 인지) 느슨한 것 같다며 학생 들 사이에서 공동구매로 싸게 사서 나눠 피는 경우도 많고 전 자담배는 생각보다 많이 퍼져있 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가장 큰 문제는 학 부모들이 전자담배에 대해 잘 모

른다는 것이라며 냄새도 나지 않기 때문에 관심을 갖고 살펴보 지 않으면 흡연 여부를 알기 어렵 다고 덧붙였다 한편 전자담배를 필 경우 호흡 중 암 유발물질인 알데하이드 농 도가 전자담배를 피우기 전 호흡 중 농도보다 무려 10배 이상 높 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네바 다 대학 연구팀에 의해 밝혀진 것 으로 전자담배를 필 경우 암 유

이민자가 미국 GDP 성장 3분의 2 기여 <국내총생산>

옥스퍼드대씨티그룹 연구 유니콘 기업 절반 이상 설립 포춘 500대 업체 40% 차지 생산성 높고 복지 수혜 적어 2011년 이후 미국 경제성장의 3분 의 2가 이민자 덕분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옥스퍼드대학 연구팀이 최 근 씨티그룹과 공동으로 발표한 이주와 경제(Migration and the Economy)라는논문에서다 논문의 주 저자인 이언 골딘 교 수 등이 분석한 바에 따르면

2011년 이후 국내총생산(GDP) 성장의 3분의 2가 이민자의 기여 에 의한 것으로 분석됐다 논문은 미국 내 이민자 인구는 14%에 불과하지만 기업 창업의 30%를 차지하며 사업에 성공할 확 률도 더 높다고 주장했다 또 기업 가치가 10억 달러 이상인 스타트업 을 의미하는 유니콘(unicorns) 기업의 절반 이상이 이민자에 의해 창업됐으며 포춘 선정 500대 기 업의 40%가 이민자가 세운 업체 다 또 이민자는 창업을 하거나 특허를 받는 혁신적 제품을 만 들거나 노벨상이나 아카데미상 을 받을 확률이 미국 출생자보다

2~3배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논문은 또 이민자들은 모국 등 다른 곳에서 교육을 받고 오는 데다 은퇴 즈음에 본국으로 돌 아가는 경우도 많아 그들을 육 성하는 데 비용이 별로 들지 않 고 정부 혜택을 받는 것보다 훨 씬 많은 세금상의 기여를 한다고 덧붙였다 뿐만 아니라 이민자들은 일반 적으로 더 높은 임금과 생산성 낮은 실업률 높은 여성 노동 참 여율 등과 결합돼 경제적으로 긍 정적 기능을 하고 있는 것으로 관 측됐다 하지만 이민자의 긍정적 인 경제적 영향과는 달리 이민에

채동배 변호사 달라스 판사 경력 13년, 전 서울대학교 법대교수

대한 부정적 인식이 증가하는 현 상이 목격되는데 이는 이민자로 인한 경제적 효과가 고르게 공유 되지 않고 지역적 격차를 가져오 기 때문이라고 저자들은 설명했 다 즉 실리콘밸리에서 얻어지

발물질을 폐 속 깊숙이 밀어 넣 어 오랜 기간 남게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승우 기자

Dallas_ 972-242-9200 Houston_ 832-366-7720 Austin_ 512-537-1062

는 혜택이 위스콘신주의 공장에 서 실직한 노동자에게는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것 논문은 일부 정치인들이 이러 한 감정을 악용함에 따라 이민을 규제하는 것은 경제성장을 저해 하고 불평등을 심화시키며 사회 적 응집력을 손상시키는 결과만 을 초래할 것이라고 결론지었다 박기수 기자

채연원 컨설팅 한인 경제활동에 관한 연구와 컨설팅 부동산, 증권, 금융투자에 관한 컨설팅 빌딩, 상가, 사업체 매매에 관한 컨설팅 회사의 창업과 경영전반에 관한 컨설팅

교통사고 / 직장상해 사업체 설립 / 매매 계약 입양 / 이혼 / 유언 / 상속 민사 재판/ 형사 재판 취업 이민, 가족 초청 영주권 단기, 장기의 모든 이민 케이스

972.484.5580

2828 Forest Lane #1107, Dallas, TX 75234

972.484.5583 A


6

종합

종합 2018년 9월 13일 목요일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3

괴물 허리케인 온다  무조건 대피하라 플로렌스

캐롤라이나 등 동남부 근접 14일 새벽부터 해안가 강타 540만 가구에 직간접 영향 대피행렬 170만 명으로 늘어 몬스터 허리케인이 14일 자정 이 후 노스캐롤라이나주와 사우스캐 롤라이나주 등 동남부 해안가를 덮칠 것으로 예보됐다 국립허리 케인센터(NHC)와 백악관은 허 리케인 피해가 예상되는 지역 주 민에게 무조건 대피를 강조했 다 현재 카테고리 4등급까지 커 진 허리케인 플로렌스는 바다에 서 비구름을 더 키우고 있다 CNN로이터AP 등에 따르 면 초강력 허리케인 플로렌스는 12일 오전 2시 기준(동부시간) 사 우스캐롤라이나 동북부 해안에 근접했다 NHC는 플로렌스가 14일 오전 2시부터 노스캐롤라이 나 해안을 강타할 것으로 예보했 다 플로렌스는 현재 동남부 남쪽 바다에서 서북쪽 내륙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허리케인 플로렌스는 괴물

(Monster)이라고 표현될 정도 로 위협적이다 허리케인 5등급 중 4등급으로 풍속이 시속 140 마일 정도로 거세 재난당국은 인적물적 피해를 우려하고 있 다 노스캐롤라이나주와 사우 스캐롤라이나주 버지니아주 등은 170만 명에게 대피령을 내 렸다 특히 플로렌스는 거대한 비구 름으로 14일부터 노스캐롤라이나 해안가 전역을 덮칠 것으로 예보 됐다 NHC는 플로렌스가 남동 부에 상륙하면 17일까지 사우스 캐롤라이나 노스캐롤라이나 버 지니아 조지아주 540만 가구가 직간접적인 피해를 볼 것이라고 경고했다 14~15일까지 플로렌스 누적 강 우량은 20~28인치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해안가 폭풍해일은 최대 20피트에 달하고 저지대는 32피 트까지 물이 차겠다 마이애미 대학교에서 허리케인 을 연구하는 브라이언 맥놀디 연 구원은 플로렌스는 해안가 수백 마일을 강타할 것으로 보인다 전 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고 강풍이

대서양에서 발생한 초강력 허리케인 플로렌스가 14일 오전에 남동부 해안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버지니아주의 뉴포트 뉴스시의 주민들이 차량을 이용해 대피에 나서고 있다

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지난 11일 노스캐롤라이나주 로이 쿠퍼 주지사는 (우리 주를 강타하는) 높은 파도와 강풍은 우 리가 한 번도 보지 못한 허리케인 규모라며 생명이 달려있다 하 루빨리 대피해 달라고 거듭 촉구

2018년 10월중 영주권 문호 순위

일부 종교투자이민 불가  지난달 대거 동결후퇴했던 가족 이민 영주권 발급신청 우선일자 가 소폭 진전했다 국무부가 12일 발표한 10월중 영 주권 문호에서 가족이민의 접수 가능 우선일자는 3~7주 소폭 진전 하는 모습을 보였다 표 참조 지난달 2년 2개월 급진전했던 2B순위(영주권자의 성인미혼자 녀)가 가장 느린 3주 진전에 그친 반면 올 들어 가장 부진한 모습 을 보인 1순위(시민권자의 성인 미혼자녀)가 가장 큰 폭인 7주 진 전을 기록했다

A형 간염 확산 수천명 감염 보건당국 반드시 백신 접종 전국에서 A형 감염이 크게 확산 하고 있어 보건 당국에 비상이 걸 렸다 11일 관련 보도에 따르면 웨스

1 2A 가족이민 2B 3 4 1 2 취업이민 3 4 5

접수가능 우선일자 2012년 3월 8일 (2012년 3월 8일) 2017년 12월 1일 (2017년 12월 1일) 2014년 3월 22일 (2014년 3월 22일) 2007년 1월 8일 (2006년 9월 22일) 2005년 6월 1일 (2005년 5월 1일) 2018년 6월 1일 (오픈) 오픈 (오픈) 오픈 (오픈) 오픈 (오픈) 오픈 (오픈) 오픈 (오픈) ※( )는 9월 우선일자 자료: 국무부

접수가능 우선일자에서는 1순 위와 2A(영주권자 배우자와 미성 년 자녀)2B순위가 새 회계연도 들어서도 동결됐으며 3순위(시 민권자 기혼자녀)와 4순위(시민권 자 형제자매)가 각각 3개월 보름 과 한 달 진전해 오랜만의 호조를

보였다 한편 연방의회가 2018~ 2019회계연도 정부 예산안을 아 직 승인하지 않아 한시적 프로그 램인 4순위의 비성직자 종교이민 과 5순위의 리저널센터 투자이민 에 대한 비자발급은 10월부터 일 박기수 기자 단 중단됐다

트 버지니아켄터키테네시인 디애나미시건유타 등 미국 곳 곳에서 A형 간염 환자가 늘고 있 어 각 주 보건 당국이 예방 접종 을 당부하고 있다 켄터키 주의 경우 지난 열 달간 1600여 건이 넘는 감염 사례가 보 고됐다

주 당국은 이 가운데 절반 이상 인 880여 명이 입원 치료를 받았 으나 12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웨스트버지니아주에서도 지난 3 월 이후 6개월간 보고된 A형 간염 감염 사례가 1166건 이 가운데 2 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당국 은 백신접종을 당부하고 있다.

매주

린 문화센터

애틀랜타서 연례 콘퍼런스

비자발급 우선일자※ 2011년 6월 1일 (2011년 4월 8일) 2016년 8월 22일 (2016년 7월 22일) 2011년 11월 22일 (2011년 11월 1일) 2006년 6월 15일 (2006년 5월 1일) 2005년 2월 15일 (2005년 1월 8일) 2017년 4월 1일 (2016년 6월 1일) 오픈 (2013년 1월 1일) 오픈 (2016년 11월 1일) 오픈 (2016년 11월 1일) 오픈 (비성직자 종교이민은 중단) 오픈 (리저널센터 투자이민은 중단)

캐롤튼 H 마트 열린 문화센터

매주

금요강좌

우버 최고법무 샐리 유 등 법조 전문가 300여명 참석 세계한인변호사회(IAKL) 연례 콘퍼런스가 13~16일 애틀랜타서 열린다 올해로 26회째를 맞은 이 콘퍼 런스는 A-T-L: Ambition Talent Linked를 주제로 조지 아 한 인 변 호 사 협 회 (KABAGA)가 주최한다 애틀랜타에서 IAKL 콘퍼런스가 열리는 것은 처음이다 이번 콘퍼런스에는 미국 아시 아 유럽 중동 뉴질랜드 등 전 세계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인 변 호사 300여 명이 참가한다 데이터 보안 국제 상거래 엔 터테인먼트와 미디어법 등과 최 근의 미투 운동까지 다양한 주제 를 다루게 된다 특히 우버 테크놀로지(Uber Technologies)의 최고 법무 책 임자를 역임한 샐리 유 어니스트 컴퍼니(The Honest Com pany)와 리갈 줌(Legal Zoom)

진이 스미스 선생의 금요강좌 시민권 강의” “무료OPEN

지난 12년간 한결같이 한인동포들을 위해 제공돼 온 진이 스미스 선생의 무료 시민권 강의가 캐롤튼에서 새롭게 시작됩니다. 매주 금요일 강좌에 오시면 시민권 시험 준비에 관한 모든 것을 친절하고 쉽게 설명해드립니다. 2년간 한결같이 한인동포들을 위해 제공돼 온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진이 스미스 선생의 무료 시민권 강의가 캐롤튼에서 새롭게 시작됩니다. ▶ 시 간 : 매주 금요일 오전10시 ~ 12시 강좌에 오시면 시민권 시험 준비에 관한 모든 것을 ▶ 장 소 : 캐롤튼 H 마트 열린 문화센터 친절하고 쉽게 설명해드립니다.

▶ 문 의 : 진이 스미스 선생 972-489-2554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변호사 데이빗 스미스(office)

금요일 오전10시 ~ 12시

소 : 캐롤튼 H 마트 열린 문화센터

의 : 진이 스미스 선생

972-489-2554

공편의 대규모 결항도 예고됐다 한편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12일 영상메시지로 캐롤라이주 와 버지니아주 주민은 안일한 생 각을 하지 말고 피해 예상 지역에 서 당장 대피하라고 촉구했다 김형재 기자

의 공동설립자이자 성공적인 한 인 기업변호사인 브라이언 리와 함께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또 젊은 변호사와 로스쿨 학생 들이 오랜 경험을 지닌 변호사와 1대1로 만날 수 있는 자리도 마련 된다 김영준 애틀랜타 총영사와 주 요 기업 변호사가 모이는 제너럴 카운슬 오찬에는 카터스 (Carters)의 마이클 우 한미은 행의 비비안 김 서밋 매터리얼즈 (Summit Materials)의 앤 리 베 네딕트 그리고 사이옥스 헬스 (Ciox Health)의 호일 김 등이 패널로 참석한다 15일 갈라 행사에는 남동부지 역 한인으로서는 첫 연방검사장 에 오른 박병진씨가 연설자로 참 석한다 주최 측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위해 60여 개의 로펌과 기업들이 스폰서로 참여했다며 지난 3월 별세한 직전 회장 고 최한준 변호 사를 기리기 위해 로스쿨 학생 1 명에게 5000달러의 장학금을 수 여하는 뜻깊은 행사도 준비되어 권순우 기자 있다고 말했다

OPEN

스미스 선생의 료 시민권 강의”

간 : 매주

했다 노스캐롤라이나주 해안경 비대는 직원 2800명이 구조지원 등 최악의 사태를 대비하고 있다 고 전했다 12일 동남부로 향하는 항공편 400편 이상도 결항됐다 이번 주말 동안 허리케인 영향권에 든 지역 항

전세계 한인변호사 한자리에

가족이민 우선일자 소폭 진전 취업 1순위 계속 발 묶여

AP

972-620-7460

시민권 합격의 지름길 [미국 시민권 테스트 가이드] 2 달라스 한인동포 시민권 시험의 길잡이 [미국 시민권 테스트 가이드] 출간! COPYRIGHT 2018, KOREA DAILY TEXAS USA

시민권 합격의 지름길 [미국 시민권 테스트 가이드] 달라스 한인동포 시민권 시험의 길잡이 [미국 시민권 테스트 가이드] 출간!

영어를 전혀 몰라도 OK 한글 발음 표기 및 시민권 신청서(N400) 양식 한글로 번역 책과 함께 유투브 채널(진이스미스) 온라인 강의로 시민권 시험 완벽 대비!

영어를 전혀 몰라도 OK 페이스북에서 한글 발음 표기 및 시민권 신청서(N400) ▶책 구입 및 문의 양식 한글로 번역 ‘텍사스 중앙일보’ 또는 책과 함께 유투브 채널(진이스미스) 온라인 강의로 시민권 시험 완벽 대비!

▶책 구입 및 문의

진이 스미스 선생

진이 스미스 선생 를 Koreadailytx 검색하세요 972-489-2554

A


4

달라스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September 2018 달라스 타운행사 포트워스 한인여성회 추석잔치 일시: 9월 15일(토) 5:00PM 장소: 태런카운티 칼리지 문의: 469-774-1586 제17대 중남부연합회(회장 김만중)가 지난 8일(토) 포트워스에서 임시총회 및 한미 6.25 참전용사 후원 골프대회를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제17대 중남부연합회, “중남부 지역 한인사회 결속 다진다” 중남부연합회 임시총회 및 한미 6.25 참전용사 후원 골프대회 성황 ··· 김형길 주휴스턴총영사 등, 유력 인사 참석

달라스 한국학교 정기총회 일시: 9월 15일(토) 5:00PM 장소: 수라식당 소연회장 문의: 972-730-5198

달라스 한국학교 정기총회 일시: 9월 15일(토) 5:00PM

제17대 중남부연합회(회장 김만중) 임시총회 및 한미 6.25 참전용사 후 원 골프대회가 지난 8일(토) 포트워 스 메리어트 호텔에서 성황리에 개 최됐다. 마크 심 씨와 박윤주 씨의 한국 어·영어 사회로 진행된 이날 행사 에는 주휴스턴총영사관 김형길 총영 사, 미 해병대 예비역 리차드 캐리 장군, 샌안토니오 거주 이석기 미대 교수 등을 비롯해 미 중남부 지역 한인회 및 주요 단체 관계자들이 참 석해 성황을 이뤘다. 오후 7시 열린 한미 6.25 참전용 사 기념 만찬식은 1부 기념식과 2부 만찬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니콜 오 칸래 포트워스 한인회장은 환영사를 통해 미중남부연합회가 중남부 지역 한인사회의 결속을 다지는 역할을

충실히 해줄 것을 당부하며 참석자 들이 포트워스를 방문한 것을 환영 했다. 김만중 중남부연합회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중남부연합회가 중남 부 지역 전현직 한인회장들의 친목

강화를 비롯해 각종 한인 단체들이 세대교체를 통해 더욱 발전하는 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를 통해 리차드 캐리 장 군에게 초상화가 선물로 증정돼 참

석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기도 했다. 중남부연합회는 이번 골프대회를 통해 마련된 수익금의 일부를 6.25 참전용사 단체 및 장진호 전투 기 념비 건립을 위해 기증할 예정이다.

장소: 수라식당 소연회장 문의: 972-730-5198

텍사스 오픈 골프대회 일시: 9월 15일(토) 12:30PM 장소: Coyote Ridge GC 문의: 214-770-8070

해병대 창설 69주년 기념 사격대회 일시: 9월 15일(토) 2:00PM ~ 6:00PM 장소: Elm Fork Shooting Range 문의: 박성원 회장(469-999-2441)

달라스한인문학회 9월 문학카페 일시: 9월 23일(일) 3:30PM 장소: H 마트 열린문화센터 문의: 214-632-5313

제1회 달라스 체육대회 일시: 9월 28일(금), 29일(토) 장소: 중앙연합감리교회

H마트 ‘한아름 고국통신판매’ ··· 추석맞이 인기상품 최대 35% 할인

문의: 469-458-3119

제18회 달라스 아시안 안전건강박락회

미주 최대 아시안 슈퍼마켓 체인 H 마트의 “한아름 고국통신판매" 서비 스가 9월 24일 추석을 앞두고 본격 적으로 고객 맞을 준비를 시작했다. 미국에서 간편하게 결제하여 한국 으로 선물을 보낼 수 있는 ‘한아름 고국통신판매’는 이번 추석을 맞이 하여 명품 한우, 최상급 LA 갈비, 굴비, 활전복, 과일뿐만 아니라 유 기농 상품, 화장품 등 다양한 상품 들을 추가하여 300여가지가 넘는 고 국통신 인기상품들을 최대 35% 할 인하는 특별 판매 행사를 진행한다. 2017년 대통령상을 수상한 녹색 한우 선물세트, 농협 명품 암소 한우 선물세트, 고창수협군이 인증한 장 어 등 상품을 직접 확인하지 못하는

고객들을 대신하여 최상의 상품을 준비하고 있으며, 한국 백화점 상품 권을 선물하는 방법도 제공하고 있 다. $50 미만의 실속 선물세트도 판 매하며, 전 상품을 무료로 배송한다. 주문부터 배송까지 영업일을 기준 으로 평균 2-3일, 제주 및 산간 지역 은 약 4일 정도가 소요되며 원하는 날짜와 장소로 배송이 가능하다. 하 지만 연휴 시작 전 배송이 원활하게 진행되기 위해 9월 12일 전까지 주 문할 것을 권장하고 있다. 주문은 H 마트 웹사이트(www. hmart.com)와 TOLL FREE 전화 (1-800-648-0980) 혹은 H 마트 텍 사스 캐롤튼점과 휴스턴-Blalock Road 매장에서 가능하다.

일시: 10월 6일(토) 9:00AM ~ 1:00PM 장소: 홍콩마켓 주차장(9780 Walnut St) 문의: 214-671-3293

2018 북텍사스 한인 건강박람회 일시: 10월 13일(토) 9:00AM ~ 3:00PM 장소: 달라스 한인문화센터 아트홀 문의: 469-607-1234

제14회 김수환 추기경배 골프대회 일시: 10월 14일(일) 1:00PM 장소: 코요테릿지 골프코스 문의: 214-244-3630

*타운행사 접수를 받습니다. E-mail:dallas@koreadailytx.com

A


휴스턴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함께 그림 배우며 친교하는, 식구 같은 긴밀함으로 뭉쳤습니다” 목요수채화반 ‘10주년 기념 전시회’ 11월 10일 개최 … 회원 개인당 4~5점 작품 출품 예정, 최대 60~70여점 전시될 듯

5

September 2018 휴스턴 타운행사 기독교연합회 경로 식사대접

휴스턴 한인사회에서 지난해 하리 케인 하비로 10주년 기념 전시회를 취소했던 목요수채화반이 오는 11 월 10일(토) 10주년 기념 전시회를 열기위해 회원들이 목하 작품제작 에 열중이다. 2017년 휴스턴 한인노인회관에서 매주 목요일마다 이병선 화가의 지 도로 수채화반이 시작된 후변화를 겪어온 목요수채화반은 현재 매주 월요일은 동산연합감리교회(유화청 담임목사), 화요일은 한인노인회관 에서 주 2회 수채화를 함께 그리며 매년 연말이면 전시회를 열어왔다. 목요수채화반의 지도를 맡고있는 이병선 화백(동양화가)은 3년전 어 스틴으로 남편의 직장관계로 이주했 으면서, 매월 한번씩 어스틴에서 휴 스턴으로 내려와 월요일과 화요일에 회원들의 그림지도를 하고 다시 어 스틴으로 돌아가는 행보를 해왔다. 목요 수채화반의 현재 회원수는 22명으로 휴스턴 지역이외에도 우드 랜드와 킹우드에 거주하는 회원들도 있는데 이들 회원들의 구성은 40대 부터 90대까지 초보자부터 5년이상 의 경력을 갖는 오랫동안 그림을 함 께 그려온 회원들로 10여년의 기간 동안을 함께해 오고 있다.

일시: 9월 21일(금) 11:00AM 장소: 한인노인회관 문의: 713-465-6588

총기소지면허 한국어 교육 일시: 9월 22일(토) 10:00AM 장소: 코리아하우스 문의: 281-451-8297

제68주년 서울수복기념 사격대회 일시: 9월 23일(토) 1:00PM 장소: 아메리칸 슈팅센터 문의: 281-451-8297

오송전통문화원 후원의 밤 행사 일시: 9월 29일(토) 6:00PM 장소: 휴스턴한인중앙장로교회 문의: 281-974-5398

제40회 휴스턴 한인학교 후원의 밤

목요수채화반 회원들이 함께 모여 그림을 그리고 있는 모습.

일시: 10월 12일(금) 6:00PM

목요수채화반의 황찬희 총무는 “ 목요수채화반은 전문가가 아닌 그림 을 좋아하는 사람들의 동호회다. 회 원들의 공통점은 그림을 좋아한다는 것 뿐이 아니고 서로 다른 성격을 갖고 있지만 어느 동호회보다 회원 들이 식구와 같은 긴밀함을 갖고있 다”며 수채화반을 자랑했다.

황찬희 총무는 “이병선 화백이 한 달에 한번 휴스턴으로 지도를 하러 오시지만 나머지 시간은 회원들끼리 함께 모여 그림을 그리고 있다. 회 원끼리 친교도 쌓으면서 그림에 대 한 감상도 하면서 자연스럽게 그림 과 사물의 아름다움을 찾고있다”고 말했다.

오는 11월 10일 목요수채화반의 10주년 기념 전시회에는 22명의 회 원들이 개인당 4~5점의 작품들을 선 보여 많게는 60~70여점이 전시될 것 으로 예상된다. 목요수채화반에 대 한 문의는 황찬희 총무 832-8750511로 하면 된다. 이덕용 기자

장소: Pavillion on Gessner 문의: 713-385-5575

제10회 휴스턴코리안 페스티벌 일시: 10월 13일(토) 장소: Discovery Green Park 문의: kfesthouston.com

타운행사 접수를 받습니다.

뱅크오브호프, ‘비즈니스 레귤러 체킹 어카운트’ 프로모션 실시

houston@koreadailytx.com

월 서비스 및 송금 수수료 면제, 스캐너 및 체크북 무료제공 … 총 1,500 달러 상당 ‘푸짐한 혜택’

뱅크오브호프가 9 월 10 일부터 전국 63 개 지점에서 비즈니스 레귤러 체

킹 어카운트의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이번 프로모션은 뱅크오브호프에서

뱅크오브호프가 9월 10일 ‘비즈니스 레귤러 체킹 어카운트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새롭게 비즈니스 레귤러 체킹 어카 운트를 여는 고객들에게 △ 월 서비 스 수수료 15 불 평생 면제(연간 180 불) △ 체크북 패키지 무료 제공(99 불) △ 어카운트 개설한 후 1 년간, 매월 1 회씩 외부송금 수수료 면제( 연간 최대 300 불) △ 스캐너(single feed RDC scanner) 무료 제공(600 불) △ 자산관리서비스 정보 패키지 (TMS Information Package) 등록시 서비스비 면제(연간 360 불) △ 스테 인리스 보냉 물병 제공 등 최대 1,500 불에 상당하는 다양하고 풍성한 혜택 을 제공한다.

뱅크오브호프 리테일뱅킹 담당 데 이비드 김 전무는 “이번에 마련한 비 즈니스 레귤러 체킹 어카운트 프로모 션은 비즈니스를 운영하는 고객분들 에게 가장 적합하고 필요한 혜택들 만 엄선했다”며 “한인 비즈니스 운영 자분들이 많이 참여하셔서 뱅킹 비용 도 절감하고 뱅크오브호프의 전문적 인 비즈니스 뱅킹 서비스도 함께 누 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비즈니스 레귤러 체킹 어카운트 프 로모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가까 운 뱅크오브호프 지점을 방문해 문의 할 수 있다. 기사제공 = 뱅크오브호프

972-242-9944

텍사스

빠른 정보! 매일 발행!

이덕용 기자

텍사스 중앙일보 전자신문 구독신청방법: 성함과 이메일주소를 dallas@koreadailytx.com으로 보내 주시면 바로 텍사스 중앙일보 전자신문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Dallas_972.242.9200

E-mail : dallas@koreadailytx.com

Houston_832.366.7720

houston@koreadailytx.com

Austin_512.537.1062

austin@koreadailytx.com

A


6

어스틴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당신의 완벽한 품격, 헤어와 스킨케어로 찾아드립니다” 얼굴과 몸매를 비롯하여 패션과 함 께 헤어스타일은 자신의 매력을 발 산하는 데에 있어서 빠트릴 수 없는 중요한 부분이다. 헤어스타일은 사람의 이미지를 결정하고 외모를 가꾸는데 80%를 차지할 정도로 중요하다. 그만큼 요 즘은 각양각색의 개성 넘치는 헤어 스타일을 만날 수 있다. 연예인을 따라한 스타일부터, 자신만의 패션 과 이미지를 강조한 헤어스타일까 지 한 가지 스타일만이 유행을 선 도했던 과거와는 확연히 달라진 모 습이다. 그렇기에 자신에게 맞는 헤어스 타일을 잘 연출해줄 헤어 스타일리 스트를 만나는 것도 중요하다. 손님 개개인의 이미지와 트렌트를 절묘 하게 접목해 가장 어울리는 스타일 을 만들어내는 헤어샵이 H 마트에 오픈해 주목을 받고 있다. 헤어와 스파의 전문가들이 모여 개성만점의 스타일을 연출해내는 ‘Bono Hair and Spa 보노 헤어 & 스파’가 바로 그곳이다. Bono Hair and Spa보노 헤어 & 스파는 하나월드 내 있는 Jessica Hair 제 시카 헤어의 2호점이기도 하다. 제 시카 헤어는 2014년 부터 한인들의 헤어스타일을 책임져왔다. 본 기자 는 Bono Hair and Spa 보노 헤어 & 스파에 직접 가 헤어 스타일리 스트 제시카 김(Jessica Kim), 토 니 조(Tony Cho), 제임스 한(James Han), 크리스 리(Chris Lee), 한 나 권(Hanna Kwon), 클레어 김 (Claire Kim) 과 제니퍼 박(Jennifer Park), 보미 조(Bomi Cho) 스파&에스테티션(esthetician) 전 문가를 직접 만나 나눈 이야기를 일문일답 형식으로 정리한다.

Q: 보노 헤어 & 스파를 소개해 달라 서울, 뉴욕, 보스턴, 시카고, 워싱 턴 DC, 달라스와 어스틴에서 최고 의 실력을 갖추신 선생님들로 구성 되어 있습니다. 모든 Staff가 원장 의 자세로 H-Mart내의 Bono Hair and Spa에서 고객님들께 최상의 서 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2014년 10월1일에 어스틴 하나월 드내에 1호점인 Jessica Hair를 처 음 오픈을 하였으며, 2018년 6월에

September 2018 어스틴 타운행사

헤어 & 스파 전문가 8인 ‘Bono Hair and Spa’ 2호점 오픈

독도와 이원성 전시회

H 마트 입점, “어스틴 전체가 아름다워지는 그날까지 보노 가족이 함께한다”

일시: 9월 23일(일)까지 장소: AARC 문의: 512-974-1700

ACL 뮤직 페스티벌 위크 1 일시: 10월 5일(금) 11:00AM 장소: 2100 Barton Springs Rd 문의: aclfestival.com

타운행사 접수를 받습니다. austin@koreadailytx.com

토니 조

제시카 김

H-Mart에 입점하여 2호점이 Bono Hair and Spa를 오픈하게 되었습 니다. 2020년초에 3호점을 오픈할 예정입니다. 모든 Staff분들이 한국에서 최고 의 대우를 받으면서 수많은 Fashion Stylist들과 연계하여 다양한 고객님들께 맟춤형 서비스와 친절한 고객 서비스를 경험하였습니다. 그 경험과 노하우로 이제는 어스틴의 고객님들께 원하시는 스타일과 스 킨케어를 제공하려고 합니다.

한 고객 서비스를 드립니다. 또한, 고객님들의 성원에 보답하 기 위해서 매달 추첨을 통해 2~4분 의 고객님들께 조그마한 선물(Gift Certificates)을 드리고 있습니다. 금액이 크지는 않지만, 그래도 고객 님들이 저희들을 믿어주신 것에 대 한 조그마한 보답이라고 생각합니 다. 추후, 사업이 확장이 될 경우 에도 전체 월 매상의 1%~2%는 고 객님들께 돌려 드릴려는 방침이 있 습니다.

Q: 현재 보노 헤어 & 스파에서 일하는 헤어 스타일리스트와 에 스테이션은 총 몇 명인가?

Q: 헤어 제품은 어떤 것을 사용 하나?

현재 일하시는 디자이너 분들은 헤어 쪽에 6명, 스킨케어쪽에 2명으 로 구성이 되어 있으며, 저희와 컨 셉이 맞는 디자이너님들을 모시기 위해 항상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Q: 보노 헤어 & 스파만의 장점 이 있다면? 보노 헤어 & 스파는 기존의 어스 틴에 없었던 Total Beauty로 고객 님들에게 One Stop service를 제공 하고 있습니다. 실력은 물론 친절 한 고객 대응 서비스를 제공함으로 써, 어스틴의 고객님들께서 럭셔리

차별화된 최상의 제품을 사용합 니다. Asian분들의 두피에 잘 맞 는 한국 제품은 물론이고, 미국과 일본에서 권위있는 제품들만 사용 합니다. 재료비의 지출이 상당하기 는 하지만, 그래도 고객님들의 만족 도를 높이기 위해서 최상의 제품을 사용하려고 노력합니다. 이제, 스파에 대한 질문으로 넘어 갔다. 스파 쪽은 스킨케어로 제니퍼 박, 보미 조 에스테이션 분이 담당 하고 있다. 제니퍼 박 에스테이션에 게 스킨케어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 을 질문했다.

Q: 헤어 뿐만 아니라 스파도 함

께 하는 걸로 아는데, 자세히 설 명해달라. 스파는 기존의 스킨케어에 림프 순환 마사지를 추가하여 편안하고 완벽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 다. 뉴욕에서 실력파로 인정을 받 은 두 분의 선생님께서 최상의 서비 스를 제공합니다. 또한, 왁싱과 영 구 눈썹 (Microblading), 속눈썹 연 장도 제공함으로써 이젠 어스틴에 서도 좋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 게 되었습니다.

Q: 고객 만족을 위한 많은 맞춤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들었다. 고객 만족은 항상 저희에게 고민 이 되는 부분이 많습니다. 저희 디 자이너님들과 스킨케어 선생님들이 항상 같이 연구하고 자료를 찾아 보면서 최선의 서비스를 고객님들 께 제공하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 습니다. 얼핏 보면 한번 스쳐가는 인연일 수도 있으나, 저희는 항상 고객님 한분 한분이 저희에게 소중한 인연 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Q: 현재 진행 중인 멤버쉽 할 인이나 프로모션에 대해 설명해 달라.

멤버쉽은 현재 제공하고 있지 않 으나 추후 생각을 하고 있는 부분입 니다. 지금은 그랜드 오프닝 기념 으로 고객님들에 다양한 쿠폰을 제 공하고 있습니다. 한편, 요즘 접착제 없이 매듭을 이용해 붙임 머리를 하는 마고헤어 (Mago Hair)가 유행이다. 제시카 김, 클레어 김 헤어스타일리스트는 마고헤어 전문 자격증을 갖고 있다. 마고헤어에 대한 클레어 김 스타일 리스트에게 물었다.

Q: 마고헤어에 대한 관심이 높아 지고 있다. 마고헤어에 대한 설 명해달라. Mago Hair(Handmade Hair Extension)은 접착제 사용 없이 매 듭을 통하여서 건강한 비상의 머 리카락 확장 방식으로 하는 방식 으로 활발한 라이프 스타일, 스포 츠, 땀과 수영에도 전혀 풀리지 않 는 Hair Extension 방식입니다. Bono Hair는 어스틴에서 최초로 Mago Hair본사로부터 교육을 수료 하였으며, 어스틴 고객님들에게 제 공하고 있습니다. 현재, 어스틴의 Fashion leader들을 통하여서 급속 하게 Mago Hair가 New Trend로 확산되고 있습니다. 후기 = 보노 헤어 & 스파 가족 들과 인터뷰를 통해 그들의 자부심 과 자부심의 기초가 되는 실력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지금, 헤어 나 스킨케어로 고민하고 있다면 보 노 헤어 & 스파를 자신 있게 권유 헬렌 김 기자 해본다.

A


Thursday, September 13, 2018 G

경제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Thursday, September 13, 2018 G

7

자영업자 융자 문턱 문턱낮추자 낮추자 자영업자모기지 모기지 융자 법안 발의자인 마크 워너(민 자기관은 자영업자의 수입 관련 연방상원에 관련 법안 법안 발의자인 마크 워너(민 자기관은 자영업자의 수입 관련 연방상원에 관련상정 법안 상정

즉 자영업자의 경우 최근 2년

택청과 보훈부 농무부 농촌주

화사우스다코타) 상원의원은 그동안 모기지 융자기관들이 자자 그동안 모기지 융자기관들이 영업자의 서류에 대해 영업자의 수입수입 관련관련 서류에 대해 자영업자들이 좀 더주택 쉽게모 주택 모 엄격하거나 애매한 규정을 자영업자들이 좀 더 쉽게 너무 너무 엄격하거나 애매한 규정을 기지 융자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적용해 융자승인을 거부하는 기지 융자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적용해 융자승인을 거부하는 사사 법안이 추진되고 있어 관심을 않았다며 법안 발의 법안이 추진되고 있어 관심을 모 모 례가 례가 적지적지 않았다며 법안 발의 은다 배경을 밝혔다 은다 배경을 밝혔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에 법안에는 1040 스케줄 C(단독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에 법안에는 1040 스케줄 C(단독 따르면 자영업자의 모기지 융자 소유) I1040 스케줄 F(농장 경 따르면 자영업자의 모기지 소유) I1040 경 소득 증명 규정 완화를융자 골자로 한 영) 1065스케줄 스케줄 F(농장 K-1(동업) 소득 증명자영업자 규정 완화를 골자로 한 법안 영) IRS 10651120-S(S 스케줄 코퍼레이션) K-1(동업) 모기지 접근 등의 자영업자 모기지 접근 법안 IRS 1120-S(S 코퍼레이션) 등의 (Self-Employed Mortgage 세금보고 서류도 소득 증명 자료 Access ActSB 3401)이 최근 로 사용할 수 소득 있도록증명 했다 따라 (Self-Employed Mortgage 세금보고 서류도 자료 연방상원에 상정됐다 서 법안이 통과될 경우 모기지 Access ActSB 3401)이 최근 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따라융

즉 자영업자의 경우 최근 2년 택청과 보훈부 농무부 농촌주 서류 심사에서 기존보다 훨씬 유 개인세금보고서 사본과 택서비스와 같은 연방 서류 심사에서 기존보다 훨씬 유 간간 개인세금보고서 사본과 본인 본인 택서비스와 같은 연방 정부 기관정부 기관 연하게 있을것으로 것으로융융 이이 운영하는 업체의 손익계 에서 인정하는 수입 연하게대처할 대처할 수 수 있을 운영하는 업체의 연간 연간 손익계 에서 인정하는 수입 관련 서류관련 사 서류 사 자자전문가들은 있다 산서도 첨부해야 한다 용에 대해서도 허용하도록 하고 전문가들은 전망하고 전망하고 있다 산서도 첨부해야 한다 용에 대해서도 허용하도록 하고 연방규정은 규정은 융자 임금을 받는 직장인은 다 있다 연방 융자 신청인의 신청인의확확 반면 반면 임금을 받는 직장인은 다 있다 인된수입에 수입에 기초해 기초해 융자를 대체 서류를 허용하고 있다있다융자업체 렌딩웍스의 이영춘 이영춘 인된 융자를상환 상환 양한 양한 대체 서류를 허용하고 융자업체 렌딩웍스의 능력이 있는지 있는지 합리적으로 세금환급 증명서 W- W대표는대표는 환영할만한 조치라며 할할능력이 합리적으로결결 여기에는 여기에는 세금환급 증명서 환영할만한 조치라며 정해야 한다고 되어 있다 2 서류 봉급명세서 등이다 한인 자영업자의 경우 소득을 줄 정해야 한다고 되어 있다 2 서류 봉급명세서 등이다 한인 자영업자의 경우 소득을 줄 따라서 융자기관들은 대개 모 자영업자 모기지 접근 법안 여 세금보고를 하는 경향이 있고 따라서 융자기관들은 대개 모 자영업자 모기지 접근 법안 여 세금보고를 하는 경향이 있고 기지 자격조건(QM) 기준을 따 이 법제화되면 모든 종류의 융자 이 때문에 주택 구입시 모기지 융 기지 자격조건(QM) 기준을 따 이 법제화되면 모든 종류의 융자 이 때문에 주택 구입시 모기지 융 른다 이 부분은 부록 Q(Ap 신청자에게 부록을 대신할 대안 자를 얻는데 어려움을 겪는 경우 른다 이Q)에서 부분은 상세히 부록 언급하 Q(Ap 이신청자에게 자를수입 얻는데 어려움을 pendix 제공된다 부록을 대신할 대안 가 많은데 관련 서류에 대한겪는 경우 pendix Q)에서 상세히 언급하 즉 이 제공된다 많은데 수입 관련 서류에 대한 고 있는데 여기에는 융자기관 페니매와 프레디맥 등의 규정이가완화된다면 아무래도 지 고에서 있는데 여기에는 융자기관 즉 페니매와 프레디맥 규정이 완화된다면 아무래도 지 반드시 제출받아야 하는 연방모기지 융자기관이 활용하 등의 금보다는 모기지 융자 승인율이 수입 반드시 관련 서류들이 명시되어 소득 관련 서류를 일반 융자기 조금은금보다는 더 올라갈모기지 것 같다고 에서 제출받아야 하는 는연방모기지 융자기관이 활용하 융자기승인율이 김병일 있다 관도 사용해아 한다 또 연방주 대를 나타냈다 수입 관련 서류들이 명시되어 는 소득 관련 서류를 일반 융자기 조금은 더 올라갈 것기자 같다고 기

연방상원에 상정됐다

있다

주버지니아)마이크 라운즈(공

주버지니아)마이크 라운즈(공 소득증명 서류 다양화 골자 골자화사우스다코타) 소득증명 서류 다양화 상원의원은

서 법안이 통과될 경우 모기지 융

관도 사용해아 한다 또 연방주

대를 나타냈다

김병일 기자

더 큰 문제는 소득 증가 주요 요 인이 실질 임금이 상승이라기보 더 큰 문제는 소득 증가 주요 요 다는 취업자 수 증가에 기인한다 지난해 18% 증가 인이지난해 실질 풀타임 임금이근로자 상승이라기보 는 점이다 취업자 증가에취기인한다 지난해 가구 중간 소득이 소폭 늘 의 평균다는 임금은 되레 수 줄었는데 는 점이다 지난해 풀타임 었다 업한 수가 늘면서 감소분이 상쇄 근로자 연방센서스국이 12일 발표한 게 평균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지난해 가구 중간 소득이 소폭 됐다는 늘 의 임금은 되레 줄었는데 취 자료에 워싱턴 소재 경제관련 싱크탱크 었다의하면 2017년 가구 중간 업한 수가 늘면서 감소분이 상쇄 소득은 6만1372달러로 전년의 6 인 경제정책연구소(EPI)의 헤 연방센서스국이 12일 발표한 됐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만309달러에 비해서 18% 증가 이디 시어홀츠 이코노미스트는 자료에 의하면 2017년 가구 중간 워싱턴 소재 경제관련 싱크탱크 했다 늘긴 했지만 증가 폭은 크 고용시장이 매우 타이트하다고는 소득은 6만1372달러로 전년의 6 인 경제정책연구소(EPI)의 헤 게 둔화돼 소득정체가 우려된다 하지만 임금정체를 뛰어넘을 만큼 만309달러에 비해서 18% 증가 이디 시어홀츠 이코노미스트는 는 게 경제학자들의 지적이다 은 아닌 것 같다고 설명했다 했다 늘긴 했지만 폭은 크한편 고용시장이 매우3년 타이트하다고는 2015년 소득 상승 폭은증가 52%였 국가 빈곤율은 연속 게 둔화돼 소득정체가 우려된다 하지만 임금정체를 뛰어넘을 만큼 고 2016년에는 32%였다 따라 하락세를 보였다 2017년 공식 국 게 경제학자들의 지적이다 가 빈곤율은 은 아닌123%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서는 2015년의 증가 폭과 비교하면 2016년의 18%는 거의소득 3분의상승 1수준에 127%에한편 비해서국가 04%포인트 내 3년 연속 2015년 폭은불과 52%였 빈곤율은 진성철 기자 하다 려갔다 고 2016년에는 32%였다 따라 하락세를 보였다 2017년 공식 국

중간소득 6만1372불

중간소득 6만1372불 지난해 18% 증가

12일 애플 본사 내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열린 신형 아이폰 공개 이벤트에서 팀 쿡 CEO가 새 모델들의 특징을 설명하고 있 다 신형 아이폰을 포함한 종류별 가격

[AP]

아이폰에는 지난해 10주있 12일 애플 본사 내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열린 신형 아이폰 공개 이벤트에서 팀 쿡 CEO가신형 새 모델들의 특징을 설명하고

아이폰 새모델 공개

프리미엄 라인인 XS는 58인 치 수퍼레티나 디스플레이 XS 애플이 12일 신형 아이폰 XS와 맥스는 65인치 수퍼레티나 디스 XS맥스 XR를 공개했다 플레이를 채택했다 둘 다 유기발 팀 쿡 애플3가지 최고경영자(CEO) 프리미엄 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 라인인 XS는 58인 XSXS맥스XR 는 이날 북가주 쿠퍼티노의 애플 를 사용했다 치 수퍼레티나 디스플레이 XS 사옥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아이 대화면인 XS맥스엔 기존 애플이 12일 신형 아이폰 XS와 맥스는 특히 65인치 수퍼레티나 디스 폰 언팩(신제품 공개) 이벤트를 플러스 네이밍을 버리고 맥스라 XS맥스 XR를 공개했다 플레이를 채택했다 둘 다 유기발 하고 신형 아이폰 3종과 애플워치 는 명칭을 붙였다 XS맥스는 330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 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 4 시리즈를 선보였다 만 픽셀의 고해상도를 자랑한다 는 이날 북가주 쿠퍼티노의 애플 XS와 를 사용했다 새 아이폰은 예상대로 저장용량은 64기가바이트(GB) 사옥 스티브 잡스 XR로 극장에서 대화면인 XS맥스엔 기존 XS맥스 각각아이 명명됐다 특히 256GB 512GB 세 가지로 책정 폰 언팩(신제품 공개)채택했고 이벤트를기존 아 플러스 네이밍을 맥스라 확장된 액정을 됐다 애플이 버리고 하프 테라바이트 상단의 노치 디 (TB)인 512GBXS맥스는 스토리지를330 채택 하고 신형이폰X의 아이폰 M자형 3종과 애플워치 는 명칭을 붙였다 자인을 유지했다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4 시리즈를 선보였다 만 픽셀의 고해상도를 자랑한다

년 기념작 아이폰 X와 마찬가지 [AP] 로 페이스 ID(안면인식) 기능이 장착됐다 뉴로네트워크스를 활 신형페이스 아이폰에는 지난해 용해 ID 기능의 속도를10주 높 년였다 기념작 아이폰 X와 마찬가지 함께 공개된 아이폰XR는기능이 61 로 페이스 ID(안면인식) 인치 액정표시장치(LCD) 디스활 장착됐다 뉴로네트워크스를 플레이를 장착한 엔트리(중저가 용해 페이스 ID 기능의 속도를 높 보급형) 모델이다 였다 판매가격은 XS가 999달러 XS 함께 공개된 아이폰XR는 61 맥스는 1099달러로 각각 책정했 인치 액정표시장치(LCD) 디스 다 XR은 749달러부터 판매된다 플레이를 엔트리(중저가 출시일은 장착한 오는 21일로 정해졌다 보급형) 모델이다 선주문은 오는 14일부터 받는다 판매가격은 XS가심전도(ECG) 999달러 XS 애플은 최초로 측정 기능을 갖춘 애플워치 시리 맥스는 1099달러로 각각 책정했 즈 4도 함께 공개했다 다 XR은 749달러부터 판매된다

새 아이폰은 예상대로 XS와 XS맥스 XR로 각각 명명됐다 확장된 액정을 채택했고 기존 아 이폰X의 M자형 상단의 노치 디 자인을 유지했다

출시일은 오는 21일로 정해졌다 선주문은 오는 14일부터 받는다 애플은 최초로 심전도(ECG) 측정 기능을 갖춘 애플워치 시리 즈 4도 함께 공개했다

다 신형 아이폰을 포함한 종류별 가격

XSXS맥스XR 3가지

아이폰 새모델 공개

저장용량은 64기가바이트(GB) 256GB 512GB 세 가지로 책정 됐다 애플이 하프 테라바이트 (TB)인 512GB 스토리지를 채택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 2015년의 증가 폭과 비교하면 18%는 거의 3분의 1수준에 불과 하다

담임목사: 정찬수

Korean Christian Church of Houston

하나님과의 만남이 있는 곳 주일예배

독자 여러분의 의견과 제보를 기다립니다. 여러분이 보내주신 내용은 중앙일보 지면을 통해 소개되거나 편집국 관련부서로 전달되어 기사화 될 수 있습니다.

(dallas@koreadailytx.com) / ⓣ 972-242-9200 (houston@koreadailytx.com) / ⓣ 832-366-7720 (austin@koreadailytx.com) / ⓣ 512-537-1062

주일 1부 예배. 오전 9:00 주일 2부 예배. 오전 11:00 주일 3부 예배. 오후 2:30 새벽 기도회 (화-토). 오전 6:00 주일 유초등부 예배. 오전 11:00 주일 청소년부 예배. 오전 11:00 영어 예배 (주일). 오전 11:00 금요 예배. 오후 8:00

휴스턴한인교회

가 빈곤율은 123%로 2016년의 127%에 비해서 04%포인트 내 진성철 기자 려갔다

“순복음반석위에교회는 오순절의 성령충만한 초대교회를 지향합니다.”

10:45am

주일소그룹모임

1:00pm

주일오후성경공부

2:00pm

어린이/청소년 주일학교 11:00am

담임목사 : 이지광

수요예배

7:30pm

새벽예배 (화~토)

6:00am

주일 오전 11:00 / 오후 2:30 (준비중) 금요철야 오후 9:00~새벽 2:00 www.sarangmission.com 3918 Old Denton Rd Carrollton, TX 75007 TEL : 469-231-2800 / E-mail : pastoryoun@yahoo.com

T. 713.937.7444

새벽예배(화~금) 오전 5:30

555 Manco Rd, Lewisville, TX 75067

10410 Clay Rd. Houston, TX 77041

TEL. 469-278-2390 yohankim73@gmail.com

휴스턴순복음교회 Full Gaspel Church of Houston  [ 예배 및 모임 / 담당자 안내 ] 주일:

8:30am(1부).

10:30am(2부)

EM:

주일 1pm.

금 8pm

[Pastor David Lee]

Youth:

주일 10:30am.

금 8pm

[Pastor Chris Burdios]

영유아/유초등부: 주일 10:30am.

[홍형선 목사]

금(격주) 8pm 금(격주) 6:30pm

[김선민/유영재]

청년부:

주일 10:30am.

새벽:

월~금 6am

수요일:

금요일(격주):

8pm

한글학교(학기중 토): 9:30am

[이권율 목사]

CHRIST OVER ALL www.jbu.edu

7:30pm

G

G

1520 Witte Rd. Houston, TX 77080 www.fghouston.com / fghouston1959@gmail.com

교회 713.468.2123 / Cell.832.433.8232

A


8

전면광고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A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전면광고

A

9


5 5

미국국제

2018년 9월 12일 수요일

10

미국

미국국제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2018년 9월 12일 수요일

나는 직접확인해 확인해보세요 보세요 나는중산층일까? 중산층일까? 직접 층 여부를 가릴 수 있는 온라인 계 자신의 위치를 가늠할 수 있도록 퓨리서치 계산기계산기 선보여 층 여부를 가릴 수 있는 온라인 계 자신의 위치를 가늠할 수 있도록 퓨리서치 선보여 산 기 pewre 기준으로단순 단순 산 (http://www 기 (http://www pewre 해준다 해준다 2016년을 2016년을 기준으로

소득거주지가족 등 감안 소득거주지가족 등 감안 search org/fact-tank/2018/ 중산층을나눈다 나눈다 search org/fact-tank/2018/ 히히 소득만으로 소득만으로 중산층을 0 9 / 0 6 / a r e - y o u - i n - t h e - 면 연소득 4만5200달러~13만 소득 4만5200불 이상 돼야 소득 4만5200불 이상 돼야 0 9 / 0 6 / a r e - y o u - i n - t h e - 면 연소득 4만5200달러~13만 american-middle-class/)를 american-middle-class/)를 선보여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선보여 관심을 모으고 있다 미국인의 절반 정도는 본인이 중 퓨리서치센터는 2016년 각종 미국인의 절반 정도는 본인이 중 퓨리서치센터는 2016년 각종 산층이라고 생각하면서 살아 왔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토토 산층이라고 생각하면서 살아 왔 정부 정부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다 그러나 소득 정체 등으로 빈 대로 중산층(52%) 저소득층 다 그러나 소득 정체 등으로 빈 대로 중산층(52%) 저소득층 부격차가 벌어지면서 중산층이 (29%) 고소득층(19%)로 분류 부격차가 벌어지면서 중산층이 (29%) 고소득층(19%)로 분류 더는 중산층이 아닐 정도로 삶이 했다 더는 중산층이 아닐 정도로 삶이 했다 본인이 중산층인지를 확인하려 어려워졌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어려워졌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본인이 중산층인지를 확인하려주 분석이다 면 온라인 계산기의 1단계에서 분석이다 상황이 이렇게 되자 정말 내가 면 온라인 계산기의등의 1단계에서 주 와 메트로지역 거주 지역 세전 소득 등의 가족 수를 상황이중산층인지에 이렇게 되자 대한 정말의문을 내가 제기 와 메트로지역 거주 입력하면 지역 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는 추 중산층 여부를 알려준다 중산층인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 세전 소득 가족 수를 입력하면 세다 나이 교육수준 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는 추 중산층2단계에서는 여부를 알려준다 이런 가운데 워싱턴DC에 본부 2단계에서는 인종 결혼 여부 추가로 입 세다 나이등을 교육수준 를 둔 여론조사업체 퓨리서치센 력하면 전국 다른 지역의 유사한 이런 가운데 워싱턴DC에 본부 인종 결혼 여부 등을 추가로 입 터가 소득과 가족수 등으로 중산 생활 환경의 사람들과 비교해서 를 둔 여론조사업체 퓨리서치센 력하면 전국 다른 지역의 유사한 터가 소득과 가족수 등으로 중산 생활 환경의 사람들과 비교해서

5600달러 사이다 사이다 5600달러 즉 저소득층은 저소득층은 4만5200달러 즉 4만5200달러 미만이며 세전 세전 소득이 미만이며 소득이13만5600 13만5600 달러가 넘으면 고소득층에 달러가 넘으면 고소득층에포함 포함 된다 그러나 단순 소득 기준으로 된다 그러나 단순 소득 기준으로 는 정확하게 중산층을 산출하는 는 정확하게 중산층을 산출하는 데 제한이 있다 따라서 센터 측 데은제한이 있다 따라서 세전 가구 총소득을 가족센터 수와측 은거주 세전 가구 생활비를 총소득을반영해 가족 수와 지역의 정 거주 지역의 생활비를 확성을 높였다고 전했다반영해 정 웹사이트 캡처 일례로 거주지역이 캘리포니아 퓨리서치가 선보인 중산층 계산 캡처 확성을 높였다고 전했다 퓨리서치가 선보인 중산층 계산 캡처 웹사이트 캡처 주일례로 LA-롱비치-애너하임 메트로 거주지역이 캘리포니아 거주하며 소득 수준이 연 소득층으로 분류된다 한편 온라인 계산기에 입력한 주지역에 LA-롱비치-애너하임 메트로 4만5200달러로 같은 두 가구가 수가 3명이라면 이 지역에 개인 정보는 저장되지 지역에 거주하며 소득 수준이있연 가족 소득층으로 분류된다 한편 온라인않는다고 계산기에 입력한 다고 가정할 때 가족 수가 2명이 서 소득이 5만3200달러 이상이어 퓨리서치센터 측은 밝혔다 4만5200달러로 같은 두 가구가 있 가족 수가 3명이라면 이 지역에 개인 정보는 저장되지 않는다고 진성철 기자 면 중산층이지만 3명으로 늘면 저 야 중산층에 편입된다 다고 가정할 때 가족 수가 2명이 서 소득이 5만3200달러 이상이어 퓨리서치센터 측은 밝혔다 진성철 기자 면 중산층이지만 3명으로 늘면 저 야 중산층에 편입된다

관세 부과되면 애플제품 10~20% 올라

관세 부과되면 애플제품 10~20% 올라 전문가들 소비자 부담 가중 애플도 무역대표부에 서한

전문가들 소비자 부담 가중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중국 애플도 무역대표부에 서한 산 제품에 2000억 달러 규모 의 관세를 부과하면 애플의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중국 가 웨어러블 기기인 애플워치 격이2000억 10% 이상 상승할 산 제품에 달러 규모수 있 다는 관측이 나왔다 의 관세를 부과하면 애플의 USA투데이에 따르면 웨어러블 11일 기기인 애플워치 가 도널드 트럼프(오른쪽) 대통령과 팀 쿡 애플 CEO [연합] 무역대표부(USTR)에 격이 10% 이상 상승할 수 있 서한 을 보낸 애플이 구체적인 가 다는 관측이 나왔다 격 상승폭에 대해 적시하지 을 적정선에서 쪼갤 것이라고 한을 USTR에 발송했다 11일 USA투데이에 따르면 않았지만 시장조사기관 글 말했다 이는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 도널드 트럼프(오른쪽) 대통령과 팀 쿡 애플 CEO [연합] 무역대표부(USTR)에 서한 로벌데이터의 리서치 디렉터 월가 리서치기업 CFRA의 (CEO)가 관세 걱정은 없다 을 보낸에비 애플이 구체적인 가 영향 앤젤로 지노 수석분석가는 애 고 호언장담해온 입장에서 선 그린거트는 관세의 격 상승폭에 대해 적시하지 을 적정선에서 쪼갤관세의 것이라고 을 받는 애플 부대제품 가격 플 제품 가격이 여파로 한을 회한USTR에 것이라고발송했다 경제매체들은 이 10%까지 오를 수글 있다고 최소 10%에서 최대 20%까지 해석했다 않았지만 시장조사기관 말했다 이는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 분석했다 오를리서치기업 것이라고 전망했다 애플은 관세 서한에서 중국산 로벌데이터의 리서치 디렉터 월가 CFRA의 (CEO)가 걱정은 없다 그린거트는 애플워치 3시 지노 연구원은 관세가 소비 대한 관세는 애플워선 에비 그린거트는 관세의 영향 앤젤로 지노 수석분석가는 애 고제품에 호언장담해온 입장에서 리즈의 로엔드(보급형) 모델이 자의 지갑에 미칠 영향은 상당 치 에어팟 애플 펜슬 홈 을 받는 애플 부대제품 가격 플 제품 가격이 관세의 여파로 회한 것이라고 경제매체들은 329달러인데 여기에 329달러 한 수준이 될 것이라고 덧붙 팟 맥미니 어댑터 충전기 이 10%까지 오를 수 있다고 최소 10%에서 최대 20%까지 해석했다 정도 더 붙는다고 보면 된다고 였다 등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오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애플은 서한에서 중국산 말했다 그러나 루프 벤처스의 진 먼 밝혔다 그린거트는 애플워치 3시 이 지노 연구원은 소비 애플워 159달러 선인 와이어리스 스터 분석가는관세가 시가총액 1조 제품에 애플의대한 우려 관세는 전달에 대해 트 리즈의 로엔드(보급형) 모델이 자의 지갑에 미칠 영향은 상당 치 에어팟 애플 펜슬 어폰 에어팟도 165달러까지 가 달러에 도달한 애플이 관세의 럼프 대통령은 트윗을 통해 애홈 329달러인데 여기에 329달러 될 대부분 것이라고 덧붙 맥미니 어댑터 격이 오를 것이라고 예측했다한 수준이 충격파를 흡수해 소비 팟 플 가격은 우리가 중국에충전기 부과 그린거트는 정도 더 붙는다고 보면애플은 된다고25%의 할 수영향을 있는 엄청난 때문에 였다자 가격에 영향을 미치지는 않 등에 미칠관세 수 있다고 관세를 전부 디바이스 가격에 을 것이라고 상반되게 관측 상승할 수도 있지만 제로 세 말했다 그러나 루프 벤처스의 진 먼 밝혔다 떠넘기지는 않을 것이라며 금이 부과될 수 전달에 있는 쉬운 해결트 159달러 선인 와이어리스 이 스터했다 분석가는 시가총액 1조 애플의 우려 대해 수요 분석을 통해 공급자가 애플은 지난 7일 트럼프 럼프 책과대통령은 세금 우대가 있다 지금 어폰 에어팟도 165달러까지 가 받 달러에앞서 도달한 애플이 관세의 트윗을 통해 애 아들일 수 있는 손해와 소비자 행정부의 중국산 제품 관세 부 미국에 새로운 공장을 건설하 격이 오를 것이라고 예측했다 충격파를 대부분 흡수해 소비 플 가격은 우리가 중국에 부과 가 감내할 수 있는 가격 상승분 과 방침에 대한 우려를 담은 서 라고 말했다

그린거트는 애플은 25%의 관세를 전부 디바이스 가격에 떠넘기지는 않을 것이라며 수요 분석을 통해 공급자가 받 아들일 수 있는 손해와 소비자 가 감내할 수 있는 가격 상승분

G

자 가격에 영향을 미치지는 않 을 것이라고 상반되게 관측 했다 앞서 애플은 지난 7일 트럼프 행정부의 중국산 제품 관세 부 과 방침에 대한 우려를 담은 서

할 수 있는 엄청난 관세 때문에 상승할 수도 있지만 제로 세 금이 부과될 수 있는 쉬운 해결 책과 세금 우대가 있다 지금 미국에 새로운 공장을 건설하 라고 말했다

시카고 25개 호텔 동시 파업

시카고 25개300달러를 호텔내는동시 파업 호텔에 기대했던

체크인에 8시간 걸려

바가 아니라고 말했다 한 해 5500만 명 이상의 방문객을 또다른 투숙객은 식당에서 음 300달러를 내는 호텔에 기대했던 체크인에 8시간 걸려 맞는 세계적인 금융무역관광 식을 서빙하는 이들도 생전 그 일 바가 아니라고 말했다 도시 시카고의 25개 주요 호텔이 을 해 본 일이 없는 사람들 같아 한 해 5500만 이상의나흘 방문객을 서비스직 노동자 명 파업으로 보였다고또다른 말했다투숙객은 식당에서 음 세계적인 금융무역관광 식을 이번 서빙하는 이들도찾생전 그 일 째 맞는 정상 운영되지 못하고 있다 트리뷴은 주 시카고를 도시 시카고의 25개북미 주요호호텔이 을해 본 일이 없는수가 사람들 같아 시카고 언론에 따르면 은 IMTS 참가자와 관람객 텔요식업계 노동조 나흘 11만4000여 명에 달한다고 서비스직 종사자들의 노동자 파업으로 보였다고 말했다 전했 합 째 유나이트 히어(Unite 다 이 행사에는 한화두산공작 정상 운영되지 못하고 있다 트리뷴은 이번 주 시카고를 찾 Here) 로컬1(시카고 대도시권) 기계현대위아 등 참가자와 한국 기업들도 시카고 언론에 따르면 북미 호 은 IMTS 관람객 수가 주도의 대규모 파업이 지난 7일 참가했다 텔요식업계 종사자들의 노동조 11만4000여 명에 달한다고 전했 이후 나흘 연속 이어지면서 시카 유나이트 히어 로컬1은 시카고 합 유나이트 히어(Unite 다 이 행사에는 한화두산공작 고 호텔업계에 비상이 걸렸다 대도시권 호텔의 객실 청소원도 Here) 로컬1(시카고 대도시권) 기계현대위아 등 한국 기업들도 시카고 트리뷴은 일부 투숙객 어맨요리사 등의 노사계약이 지 대규모 지난 7일 의 주도의 불만 신고를 인용파업이 호텔 객실 난 8월 참가했다 말부로 만료된 후 쟁의행 나흘 연속 이어지면서 유나이트 은 이후 지저분하고 체크인은 지연되 시카 위 조정 신청을 하고히어 지난 로컬1은 7일 파 시카고 고 호텔업계에 비상이 걸렸다 대도시권 호텔의 객실 청소원도 고 있으며 일부 호텔은 관리급 업에 돌입했다 직원들이 객실트리뷴은 침대 시트를 교체투숙객이번어맨요리사 시카고 일부 협상의 주요 쟁점은 건강 등의 노사계약이 지 하는 애를 먹고 있는 상황이 보험 혜택을 비수기인 겨울후 쟁의행 의등 불만 신고를 인용 호텔 객실 난 8월관광 말부로 만료된 라고 보도했다 철과 일시 해고 기간에도 고르게 은 지저분하고 체크인은 지연되 위 조정 신청을 하고 지난 7일 파 10일부터 15일까지 제공하는 문제 등이며 일부 노조 고 있으며 일부 열리는 호텔은국관리급 업에 돌입했다 제 공작기계 박람회(IMTS) 참 원들은 연일 호텔 앞에 모여 피켓 직원들이 객실 침대 시트를 교체 이번 협상의 주요 쟁점은 건강 가차 댈러스에서 시카고를 방문한 시위를 벌이고 있다 하는 등 애를 먹고 있는 상황이 보험 혜택을 관광 비수기인 겨울 크리스천 헐가드는 전날 시내 중심 경제전문지 시카고 비즈니스 라고 보도했다 일시 해고 기간에도 고르게 가의 팔머 하우스 힐튼 호텔 체크 는 이번철과 파업에 하얏트힐튼JW 열리는 국 제공하는 문제 등이며등일부 노조 인을 10일부터 하는데 무려15일까지 8시간이 걸렸다 메리엇킴튼웨스틴셰라톤 공작기계 참 주요 원들은 호텔 앞에명모여 피켓 며제 호텔 측이 보상박람회(IMTS) 차원에서 무료 25개 호텔연일 노동자 6000여 음식과 제공했으나 자정방문한 가차음료를 댈러스에서 시카고를 이 참여하고 있다면서 시위를 벌이고노사 있다협의 무렵 겨우 방에 들어가보니 청소가 진행 중에 노조원들이 호텔별 또비즈니스 크리스천 헐가드는 전날 시내 중심 경제전문지 시카고 되어있지 않았다고 토로했다 는 업종별로 시위를 벌인하얏트힐튼JW 일은 있 가의 팔머 하우스 힐튼 호텔 체크 는 이번 파업에 그는 놓아걸렸다 으나 이렇게 여러 호텔의 전 직 인을투숙객들은 하는데 무려복도에 8시간이 메리엇킴튼웨스틴셰라톤 등 둔 카트에서 각자 새 수건을 챙겨 종 노조원이 한꺼번에 파업에 나 며 호텔 측이 보상 차원에서 무료 25개 주요 호텔 노동자 6000여 명 야 하고 아침을 먹기 위한 줄도 선 것은 유례를 찾아보기 힘든 음식과 음료를 제공했으나 자정 이 참여하고 있다면서 노사 협의 무척 길었다며 숙박비로 하루 일이라고 설명했다

무렵 겨우 방에 들어가보니 청소가 되어있지 않았다고 토로했다 그는 투숙객들은 복도에 놓아 둔 카트에서 각자 새 수건을 챙겨 야 하고 아침을 먹기 위한 줄도 무척 길었다며 숙박비로 하루

진행 중에 노조원들이 호텔별 또 는 업종별로 시위를 벌인 일은 있 으나 이렇게 여러 호텔의 전 직 종 노조원이 한꺼번에 파업에 나 선 것은 유례를 찾아보기 힘든 일이라고 설명했다

G

A


11

Wednesday, September 12, 2018 G 미국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Wednesday, September 12, 2018 G

메디케어 3개월로연장 연장 메디케어오픈 오픈가입기간 가입기간 3개월로 현재 2월 14일에서 3월 31일로로의 로의 변경(파트DD포함) 포함) 오리 오리 3월31일에 14일에서 3월 31일로 변경(파트 내년부터내년부터 3월31일에 마감 마감이 현재이2월 연장된다고 최근 밝혔다 변경이지널 지널 메디케어(파트DD포함)에서 포함)에서 연장된다고 최근 밝혔다 변경이 메디케어(파트 어드밴티지 등 이동 가능 어드밴티지 등 이동 가능 기존의 어드밴티지플랜으로 플랜으로변경 변경 등이 등이 가능한 가능한 기간이기간이 기존의 한달 한달 반 가반 가어드밴티지 량에서 3개월로 늘어나는 것이다 가능하다 사실상 이 기간에는 아 옮길 수 있는 기회는 한번량에서 3개월로 늘어나는 것이다 가능하다 사실상 이 기간에는 아 옮길 수 있는 기회는 한번 CMS는 시니어들이 다양해진 무런 제한없이 플랜 이동이 가능 CMS는 시니어들이 다양해진 무런 제한없이 플랜 이동이 가능 플랜을 꼼꼼히 보고 선택할 수 있 한 셈이다 플랜을도록 꼼꼼히 보고연장한 선택할 수 있 이한 셈이다 내년부터는 시니어들이 메디케어 기간을 것이라고 다만 변경 기간이 3개월로 길어 내년부터는어드밴티지 시니어들이 메디케어 도록 기간을 연장한 것이라고 이 다만 기간이 3개월로 길어 플랜 선택에 더 신중 유를 설명했다 지는변경 대신 이동 기회는 한 번만 주 어드밴티지을플랜 선택에 더 신중 유를 설명했다 대신 이동 한 번만 주 기할 수 있게 된다 구체적으로 보면 해당 기간에지는 어진다 또한 기회는 현재 플랜에 만족하 연방메디컬센터(CMS)는 메디 는 메디케어 어드밴티지(파트 는 가입자들은 다른 조치를 취할 을 기할 수 있게 된다 구체적으로 보면 해당 기간에 어진다 또한 현재 플랜에 만족하 케어에서 메디케어메디 어드밴티지 D 포함 또는 불포함) 내에서 다는 가입자들은 필요가 없으며 다만조치를 플랜이 취할 없어 연방메디컬센터(CMS)는 는 메디케어 어드밴티지(파트 다른 또는 그 어드밴티지 반대로의 변경 기간 플랜으로의 어드밴티 지거나 가격 변동 있을 없어 때에 케어에서 로 메디케어 D 포함른또는 불포함)변경 내에서 다 필요가 없으며 다만등이 플랜이 인 오픈 가입기간(OEP) 마감 지 플랜에서 오리지널 메디케어 는 사전에 메디케어 당국이 가입 로 또는 그 반대로의 변경 기간 른 플랜으로의 변경 어드밴티 지거나 가격 변동 등이 있을 때에

자들에게 통보한다 예산 확보에 나섰으며 자들에게서면으로 서면으로 통보한다 고 필요한 고 필요한 예산 확보에 나섰으며 오픈 가입기간이 길어지면서 이동 과정을 최대한 투명하고 편 오픈 가입기간이 길어지면서 이동 과정을 최대한 투명하고 편 관련 업계는 새로운 가입자 확보 하게 만들기 위해 인력도 더 투입 관련 업계는 새로운 가입자 확보 하게 만들기 위해 인력도 더 투입 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것으로 보 할 계획이다 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것으로 보 할 계획이다 인다 한편 올해 메디케어 연례 가입 인다 한편 올해 메디케어 연례 가입 지난해 메디케어 어드밴티지 기간(AEP)은 예년과 동일하게 지난해약 메디케어 어드밴티지 동일하게 가입자는 2100만 명으로 나타 10월기간(AEP)은 15일부터 12월 예년과 7일까지이 가입자는 약 3~4년간 2100만 명으로 10월 15일부터 12월 7일까지이 났으며 향후 가입자가나타며 변경된 플랜의 효력은 내년 1 났으며 명(메디케어 향후 3~4년간 시장의 가입자가월 1일부터 며 변경된 플랜의 효력은 3000만 시작된다 동시에 당 내년 1 50%)에 달할 것으로 예측되고 의료보험이 없어지거 3000만 명(메디케어 시장의국은월직장 1일부터 시작된다 동시에 당 있다 나 이주했을 경우에 60일 동안의 50%)에 달할 것으로 예측되고 국은 직장 의료보험이 없어지거 이미 주요 보험사들과 플랜 제 메디케어 특별 가입기간(SEP)을 있다 나 이주했을 경우에 60일 동안의 최인성 기자 공사들은 관련 홍보 플랜을 세우 허용하고 있다 이미 주요 보험사들과 플랜 제 메디케어 특별 가입기간(SEP)을

인 오픈 가입기간(OEP) 마감

공사들은 관련 홍보 플랜을 세우

지 플랜에서 오리지널 메디케어

는 사전에 메디케어 당국이 가입

최인성 기자

허용하고 있다

테슬라 차량 색상 제한

테슬라 차량 색상 제한

과 실버색상의 차량을 비용을 내 고 사기를 원한다면 가능하다고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가 차량 밝혔다 하지만 가격에 대해서 과 실버색상의 차량을 비용을 내 실버 메탈릭 등 추가 비용 의 기본색상에서 블랙 및 실버 메 는 언급하지 않았다 고 사기를 원한다면 가능하다고 탈릭을 제외한다 테슬라는 딥블루가격에 메탈릭 대해서 전기차 제조업체 테슬라가 차량 밝혔다이미 하지만 테슬라 CEO 일런 머스크는 최 이나 미드나이트 실버 메탈릭 블 의 기본색상에서 블랙 및 실버 메 는 언급하지 않았다 근 트위터에 생산공정 단순화 랙 메탈릭 실버 메탈릭 차량에 탈릭을 제외한다 테슬라는 이미 딥블루 메탈릭 를 위한 조치라고 밝혔다 테슬 대해서는 1500달러를 더 받고 있 테슬라 일런 머스크는 이나펄미드나이트 실버 메탈릭 블 라는 현재 CEO 모델 3의 주문량에 맞 최다 또 화이트 다중코팅과 레 근 트위터에 생산공정 랙 메탈릭 실버 메탈릭 차량에 추기 위해 생산라인을 풀가동단순화 중 드 다중코팅 차량은 2000달러를 를 위한 조치라고 밝혔다 테슬더 받는다 대해서는 1500달러를 더 받고 있 이다 아무래도 다양한 색상의 차를 테슬라 차량펄중화이트 기본가격에 살 라는 현재 모델 3의 주문량에 맞 다 또 다중코팅과 레 만들다 보면생산라인을 시간이 걸릴풀가동 수 있 중수 있는 검정색차량은 차량뿐이다 추기 위해 드 것은 다중코팅 2000달러를 다 테슬라는 현재 매출을 올리 자동차 업계에서도 일부 색상 이다 더 받는다 고 아무래도 유동성을 확보하기 위해 생산 에 대해서는 도색공장상 다양한 색상의 차를 테슬라도료나 차량 중 기본가격에 살 량을 늘려야 하는 어려움에 처해 이유로 가격을 추가로 받고 있기 만들다 보면 시간이 걸릴 수 있 수 있는 것은 검정색 차량뿐이다 있다 는 하다 다 테슬라는 현재 매출을 올리 자동차 업계에서도 일부 색상 김문호 기자 머스크는 그러나 고객이 블랙

실버 메탈릭 등 추가 비용

연방 공화하원의원들이 개인소득세율 인하 및 표준공제 확대를 영구화하는 법안을 발의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개인소득세율 인하 영구화 추진

연방 공화하원의원들이 개인소득세율 인하 및 표준공제 확대를 영구화하는 법안을 발의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AP

AP

개인소득세율 인하 영구화 추진

방 재정적자 축소를 이유로 2025 자금은 이미 과세한 부분을 제외 년 이후 중단토록 되어 있다 하고 소득세가 부과된다 이 법에 표준공제패스스루 공제도 또 부부공동 보고 기준으로 1만 적용되는 플랜은 개인은퇴계좌 2000달러에서 2만4000달러 확대 (IRA)와 직장인 은퇴플랜 401 한시적으로 시행 중인 개인소득 된 표준공제와 유한책임회사 (k)뿐만 SEP IRA 축소를 이유로 2025 자금은 이미 아니라 과세한 부분을 제외 현행은 2025년까지만 유지 방 재정적자 세율 인하 등을 영구화하는 방안 (LLC)를 포함한 패스스루 기업 SIMPLE IRA403(b)457(b) 년 이후 중단토록 되어 있다 하고 소득세가 부과된다 이 법에 표준공제패스스루 공제도 이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부부공동 매출의 20%를 매출에서 제해주 이윤 공유플랜은 플랜 등이다 보고 기준으로 1만 적용되는 개인은퇴계좌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1일 는 특별 공제도 영구화하겠다는 이외에도 자녀 출생이나 입양 2000달러에서 2만4000달러 확대 (IRA)와 직장인 은퇴플랜 401 연방하원 공화 의원들이 2025년 것이다 시 은퇴플랜에서 최대 7500달러 한시적으로 시행 중인 개인소득 된 표준공제와 유한책임회사 (k)뿐만 아니라 SEP IRA 까지로 예정된 개인소득세율 인 이밖에 이번 법안에는 스몰비 를 패널티 없이 인출할 수 있도록 세율 인하 하와 등을표준공제액의 영구화하는 2배 방안확대(LLC)를 포함한 패스스루 IRA403(b)457(b) 패 즈니스 업주들인 모여서 기업 만든 401SIMPLE 하거나 529 칼리지 세이빙 플랜 이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매출의(k) 20%를 제해주 스스루 기업 세금공제를 영구화 형태의매출에서 은퇴플랜인 복합기업이윤 의공유 자금플랜 사용 등이다 용도를 책과 교재와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1일전했다 는 특별플 공제도 영구화하겠다는 이외에도 자녀 홈스쿨링까지 출생이나 입양 하는 법안을 발의했다고 랜 (multiple-employer 도제프로그램과 확 올해부터 시행중인 개정세법은 plan)과 705세에 적용되는 은퇴 대하는 안도 포함돼 있다 연방하원 공화 의원들이 2025년 것이다 시 은퇴플랜에서 최대 7500달러 개인소득세율은 총 7구간(1012 계좌이번 의무인출규정(RMD) 일부 전문가들은 11월 중간선 까지로 예정된 개인소득세율 인 이밖에 법안에는 스몰비폐지를 패널티 없이 인출할 수 있도록 2224323537%)으로 전 내용도 담겨모여서 있다 만든 RMD는 거에서 연방하원의 경우 민주당 하와 표준공제액의 2배 확대 패 개정즈니스 업주들인 401은퇴하거나 529 칼리지 세이빙 플랜 보다 구간별로 0~4%포인트 정도 플랜 가입자가 일정 연령(705 의 우세가 점쳐지자 공화당 의원 스스루 기업 세금공제를 영구화 (k) 형태의 은퇴플랜인 복합기업 의 자금 사용 용도를 책과 교재와 하향 조정됐다 그러나 35%에서 세)에 이르게 되면 의무적으로 최 들이 유권자들의 환심을 사려는 하는 법안을 발의했다고 전했다 플 랜 (multiple-employer 도제프로그램과 홈스쿨링까지 확 21%로 14%포인트 감세한 법인 소한의 자금을 찾도록 한 국세청 목적으로 이런 법안을 내놨다고 올해부터 시행중인 개정세법은 plan)과 705세에 적용되는 은퇴 대하는 안도 포함돼 있다 진성철 기자 세와는 달리 개인소득세율은 연 (IRS)의 세법 규정이다 인출한 지적하기도 했다

현행은 2025년까지만 유지

개인소득세율은 총 7구간(1012 2224323537%)으로 개정 전 보다 구간별로 0~4%포인트 정도 하향 조정됐다 그러나 35%에서 21%로 14%포인트 감세한 법인 세와는 달리 개인소득세율은 연

계좌 의무인출규정(RMD) 폐지 내용도 담겨 있다 RMD는 은퇴 플랜 가입자가 일정 연령(705 세)에 이르게 되면 의무적으로 최 소한의 자금을 찾도록 한 국세청 (IRS)의 세법 규정이다 인출한

일부 전문가들은 11월 중간선 거에서 연방하원의 경우 민주당 의 우세가 점쳐지자 공화당 의원 들이 유권자들의 환심을 사려는 목적으로 이런 법안을 내놨다고 진성철 기자 지적하기도 했다

고 유동성을 확보하기 위해 생산 량을 늘려야 하는 어려움에 처해 있다 머스크는 그러나 고객이 블랙

텍사스 Korea Daily Texas

에 대해서는 도료나 도색공장상 이유로 가격을 추가로 받고 있기 는 하다 김문호 기자

페이스북에서 ‘텍사스 중앙일보’ 또는 ‘Koreadailytx’를 검색하시면 보다 많은 정보를

SC

보실 수 있습니다

SC

G

G

A


12 4 한국외교안보

2018년9월 9월12일 14일수요일 금요일 2018년

“김정은, 트럼프의 국내 위기 틈 노려 2차 회담 얻었다” 친서 보내 정상회담 제안, 몸 낮춰 트럼프의 판깨기에 1보 후퇴 전술 도발 국가 낙인된 이미지 바꾸고 대북 제재 해제, 체제 보장 노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판 깨기’ 위협 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연거푸 몸을 낮 췄다. 북한은 그간 미국을 상대로 ‘협박에는 협박’ 식의 벼랑끝 전술을 구사했는데 트럼 프 대통령을 향해선 오히려 유연성을 보여주 고 있다. 김 위원장은 지난 5월 24일 트럼프 대 통령이 6월 예정됐던 북·미 정상회담을 전격 취소하자 김계관 외무성 제1부상을 통해 ‘그 대로 회담을 하고 싶다’는 식으로 봉합을 시 도했다. 김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달 25일(현지시간)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방북을 전격 취소하자 이번에도 친서를 보내 정상회담을 제안했다.  진희관 인제대 통일학부 교수는 “과거 북한 은 ‘강경에는 초(超)강경’으로 맞서는 벼랑 끝 전술을 구사했는데 최근에는 미국의 벼랑 끝 전술을 받아주며 판을 깨지 않겠다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이 판 깨기를 피하면서 대신 2차 정상회담을 제안한 속내를 놓고 체면과 명분 에 얽매이지 않고 얻을 건 확실히 얻어내겠다 는 ‘1보 후퇴’ 외교술로 보는 시각이 있다. 김 영수 서강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는 “지금 북

문 대통령, 비건 접견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청와대에서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를 만나 “기회를 잘 살려 비핵화 대화에서 성공적 결과를 거둬 달라”고 당부했다.

한의 모습은 분명 북한 스타일이 아니다”며 “북한이 올해 평화 무드로 가고, 한국이나 미 국과 각을 세우지 않기로 큰 틀을 정했기 때 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발 국가로 낙 인된 이미지를 바꾸고, 미국과 정치·경제 분 야에서 개선을 목표로 하는 전략”이라고 덧 붙였다. 북한이 종국적으로 원하는 체제보 장을 약속할 유일한 주체는 미국인데, 북한 입장에선 트럼프 대통령이 역대 미국 대통령 중 체제보장을 해 줄 가능성에 가장 가까이 다가서 있다는 얘기다. 북한이 지난해 핵 무 력 완성을 선언한 뒤 경제에 올인하고 있는

[사진 청와대]

내부 상황도 유화책을 이끌었을 가능성이 크 다. 미국이 대북제재 해제의 핵심 열쇠를 쥐 고 있는 상황에서 트럼프 대통령과의 협력이 절실하다는 판단의 결과라는 관측이다. 김 위원장의 북한은 일부 남북 협상에서도 실리 를 위해 자신들의 명분을 일단 유보하는 태 도를 보였다. 협상장에선 이산가족 상봉의 전 제조건으로 중국 내 북한 식당 여종업원의 송환을 주장했지만 상봉 행사 자체는 중단하 지 않았다.  워싱턴 현지에선 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 령의 국내 정치 난맥상을 이용했다는 지적

도 나왔다. 수미 테리 전략국제문제연구소 선임연구원은 워싱턴포스트에 “김정은은 트럼프를 조종하는 데 매우 능숙함을 보여 줬다”며 “트럼프가 국내적으로 어려움에 처 한 모든 상황을 주시하면서 기회를 노린 것” 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백악관 내 혼란을 폭로한 밥 우드워드의 신간『공포: 백악관의 트럼프』와 뉴욕타임스의 ‘레지스 탕스(저항세력)’ 기고문으로 내부 위기에 봉 착한 상황을 노려 정상회담을 다시 얻어냈 다는 뜻이다.  비건, 주말께 북·미 판문점 접촉 가능성=문 재인 대통령은 11일 방한 중인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를 청와대에서 접 견하고 최근 고조되는 북·미 간 분위기를 잘 살릴 것을 당부했다. 비건 대표는 트럼프 대통 령의 메시지를 전달한 것으로 관측된다. 비건 대표는 이날 외교부를 찾아선 “한국 속담에 ‘시작이 반이다’는 말이 있다고 들었다”며 “이 제 시작이고, 우리가 해야 할 것은 일을 마무 리짓는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현재의 국면 을 놓고 “트럼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 김 정은 위원장이 만든 엄청난(tremendous) 기 회”라며 “이를 활용하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공개석 상에선 ‘압박’을 거론하지 않았다. 비건 대표 는 중국·일본을 방문한 뒤 주말께 한국을 다 시 찾는다. 이를 놓고 비건 대표가 판문점을 찾아 북·미 접촉에 나설 가능성이 있다는 관 측이 나왔다. 서울=정용수·전수진 기자, 워싱턴=정효식 특파원 nkys@joongang.co.kr

문 대통령 “평양회담서 남·북·미 군사긴장 해소 집중할 것” “비핵화는 북·미 문제, 우리가 중재” 핵 폐기 위한 북·미 동시행동 촉구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동시 행동’에 기반한 핵 폐기를 위해 북·미 정상의 결단을 촉구했 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 회의에서 “북한이 보유 중인 핵을 폐기하는 한 차원 더 높은 단계로 나아가려면 다시 한 번 북·미 양 정상 간의 통 큰 구상과 대담한 결 단이 필요하다”며 “북한은 핵 폐기를 실행해 야 하고 미국은 상응 조치로 여건을 갖춰 줘 야 한다”고 말했다.  이는 특사로 방북했던 정의용 청와대 국가 안보실장에게 전달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요구와 비슷한 맥락이다. 김 위원장은 당시

달라스 한국노인회 THE KOREAN SENIOR CITIZEN ASSOCIATION OF DALLS

“동시 행동과 원칙이 준수된다면 더 적극적인 비핵화 조치들을 취할 용의와 의지가 있다. 비 핵화 결정에 대한 나의 판단이 옳았다고 느낄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기를 희망한다”며 도널 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전할 메시지를 정 실장에게 건넸다.  문 대통령은 “(북·미 회담 이후) 북한은 여 러 가지 실천적인 조치를 취했다”며 “핵실험 장과 미사일 엔진 시험장을 폐기하고 미군 유 해를 송환하는 등의 성의와 진정성을 보였다” 고 말했다. 한·미에 대해서도 “전략자산이 전 개되는 대규모 한·미 연합 군사훈련을 중단하 는 것으로 화답했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이 언급한 ‘높은 단계’란 이러한 사전조치를 바탕으로 북한이 보유한 핵무기 를 실제로 폐기하거나 국외로 반출하는 등의

수순으로 넘어가야 한다는 의미다. 이와 관 련해 문 대통령은 “(북·미) 양국은 70년의 적 대관계에서 비롯된 깊은 불신을 거둬 내야 한 다”며 “북·미 간의 진정성 있는 대화가 조속히 재개되기를 바라마지 않는다”고 말했다.  중재 역할도 재차 강조했다. 그는 “한반도 의 완전한 비핵화는 기본적으로 북·미 간 협 상으로 해결돼야 할 문제”라며 “그러나 대화 와 소통이 원활해질 때까지는 우리가 가운데 서 중재하고 촉진하는 노력을 하지 않을 수 없 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 장도 그런 역할을 해 줄 것을 요청하고 있다” 고도 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남북 정상회담에서 남· 북·미 간의 군사적 긴장과 적대관계 해소에 집 중적으로 노력을 기울이려고 한다”며 “그래야

만 남북 경제협력과 한반도 신경제지도의 추 진이 본격화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 은 국방부 장관 후보자인 정경두 합동참모본 부장에게 정상회담 전까지 남북 군사력 현황 에 대한 정확한 보고를 할 것을 지시한 상태다.  한편 남북은 13일 판문점 북측 지역에서 군 사실무회담을 열고 긴장완화 관련 세부 사안 을 논의한다. 국방부는 공동경비구역(JSA) 비무장화를 놓고 양측 경비병을 각각 35명으 로 줄이고 이들이 자유 왕래할 수 있는 방안 을 검토했다. JSA에는 군사분계선이 없어지 고 권총을 제외한 중화기도 철수할 가능성이 있다. 통일부도 개성공단에 설치하기로 한 남 북 공동연락사무소 개소 날짜를 14일로 잡고 막바지 준비에 들어갔다.  강태화·이근평 기자 thkang@joongang.co.kr

노인회 9월 정기 월례회 공고

어느새 9월이 되었습니다. 우리 민족 최대의 명절인 8월 한가위 입니다. 어느 때보다 고향이 그립고 보고 싶은 사람도, 그리운 사람도 더더욱 많아지는 계절입니다. 많이 참석하셔서 고향 이야기 등 추억을 나누십니요.

달라스한국노인회

Brockbank Dr

장소

9월 15일 (토) 오전 11시 노인회관 9715 Brock Bank Dr. Dallas, TX 75220

2018년

Harry Hines Blvd

일시

Lombardy Ln

1. 지난달 유명옥 회원님의 9순 잔치는 회원님들의 협조로 성황리에 끝날 수 있습니다. 아무쪼록 건강하셔서 오랫동안 회원님들과 즐거움을 나누시기 바랍니다. 2. 지난 달 점심은 보현사에서 주지스님과 신도분들께서 봉사해 주셨습니다. 주지스님의 좋은 말씀은 물론 금일봉까지 주셨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3. Medicare, Medicaid, Foodstamp 등 신청은 항시 도와드리고져 하오니 필요하신 분은 언제나 노인회로 연락 바랍니다. 4. Food Box 수령을 하지 않으신 분은 수령 하시기 바랍니다.

8월 중

한국홈케어 유성 원장 (600불). 김남옥 (200불). 자동차 정비 Louis (300불). 보현사 (500불)

달라스 한국노인회 회장 김건사 214.769.6662 A


2

한국 2018년 9월 12일 수요일

뉴스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13

임종석 “꽃할배 돼달라” 방북 또 요청  야당 “졸 취급하나” <卒>

임 실장, TV 이어 페북글 반발 사 문 대통령 “당리당략은 거둬주길” 김병준은 한병도 방문 요청 거절 손학규“TV 초청 방식 예의 어긋나”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오전 국무회의에서 “중차대한 민족사적 대의 앞에서 제발 당리 당략을 거두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전 날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남북 정상회담 에 국회 의장단과 야당 대표 등을 초청했다 가 단박에 거절당하면서 파장이 일자 야당 의 협력을 재요청하는 맥락이었다. 문 대통 령은 “이번 평양 정상회담을 한반도의 완전 한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을 위해 다시 한 번 큰걸음을 내딛는 결정적인 계기로 만들 려면 국내에서도 초당적인 뒷받침이 필요하 다”고 강조했다.  임종석 실장도 이날 페이스북에 야당 대표 들의 전향적인 자세를 요청하는 글을 올렸다. 그는 “언제부턴가 우리 정치에서 중진 정치가 사라지고 이젠 좀처럼 힘을 합하는 장면을 보 기가 어렵다”며 “언론은 ‘올드보이들의 귀환’ 이라고 폄하했지만 어쩌면 후배들에게, 또 국 민에게 (과거에 우리에게도 있었던) 새로운 정치문화를 보여줄지 모른다는 기대를 마음 한쪽에 가지고 있다”고 했다. 이어 “우리 정치 의 원로급 중진들인 정당 대표의 목표가 ‘권 토중래’가 아니라 ‘희망의 근거’를 보여주는 것이었으면 한다. 이미 당리당략과 정쟁으로 어지러운 한국 정치에 ‘꽃할배’ 같은 신선함 으로 우리에게 오셨으면 한다”고 적었다. ‘꽃 할배’는 70~80대에 접어든 유명 탤런트들이 해외 배낭여행을 하면서 인기를 끈 케이블TV

북한 정권 수립 70주년을 맞아 지난 10일 오후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횃불야회가 열렸다. 횃불을 든 북한 청년들이 행진하고 있다.

예능 프로그램이다. 원로급 중진 야당 대표들 이 정상회담 방북에 동행해 달라는 취지를 재 차 전달한 것이다. 이날 한병도 정무수석은 야당을 설득하러 국회를 방문했다.  그러나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의 반발 은 더 거세졌다. 김병준 한국당 비상대책위원 장은 한 수석 면담을 거절하고 예정됐던 경북 구미 방문을 진행했다. 김 위원장은 “(한병도 수석의 방문과 방북 초청의) 순서가 바뀌었으 면 오히려 좋을 뻔했다”고 말했다. 김성태 원 내대표는 페이스북에 “정당 대표가 왜 이렇

게 졸(卒) 취급당하는지 납득이 가지 않는다. 아무리 제왕적 대통령제 국가라 하더라도 절 차가 있는 법인데, 200명 규모의 수행단도 모 자라 굳이 정치권을 끌어들이고자 하는 연유 라도 제대로 알아야 하는 것 아닌가”라고 적 었다. 윤영석 수석대변인은 “사전조율 없는 게릴라식 정상회담 동행 요청이 청와대의 당 리당략”이라고 반박했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한 수석을 만나 긴 했지만 첫인사는 “뭐하러 왔느냐”였다. 손 대표는 “한반도 평화와 이를 위한 비핵화를

[AP=연합뉴스]

적극 지지하지만 이번 정상회담은 보여주기 식 회담이 아니다. 잔치하는 것은 아니다”며 “여야 화합을 보여주기 위해 국내 정치용으로 써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앞서 손 대표는 임 실장의 ‘TV 초청’에 대해 “예의에 어긋나는 것이다. 언짢았다”고 비판했다.  결국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 리핑에서 “같이 가실 수 있는 분들과 같이 (평 양에) 가서 국회 차원에서도 대화의 물꼬를 틀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승현·윤성민 기자 shyun@joongang.co.kr

정부, 판문점 선언 예산 2986억 추가  야당 “수조원 드는데 내년 것만 편성” 야당“상세한 예산 없인 논의 못해” 정부 “사업 확정되면 연도별 산출” 정부가 11일 내년도 남북협력기금에 2986억 원을 추가로 편성하는 내용의 판문점 선언 비 준 동의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국가와 국민에 게 중대한 재정적 부담을 초래하거나 입법사 항과 관련된 남북합의서는 국회 비준 동의를 거쳐 발효할 수 있다는 남북관계발전법 21조 에 따른 것이다.  비용추계서에 따르면 판문점 선언 이행과 관련된 내년도 총예산은 4712억원이다. 2018 년도 예산이었던 1726억원과 이번에 추가로 편성된 2986억원을 더한 액수다. 통일부 관계 자는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매년 남북교

류협력 예산으로 1700억원 정도를 편성하고 불용 처리해 왔는데 이번에는 기존에 편성된 예산 외에도 2986억원이 추가로 필요하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구체적으로는 남북 간 철도·도로 현대화 2951억원, 산림협력 1137억원, 사회·문화·체육 교류 205억원, 이산가족 상봉 336억원, 남북 공동연락사무소 운영 83억원 등이다. 철도·도 로의 북측 구간 개·보수와 같은 경제 인프라 건설 사업의 일부(1087억원)는 차관 형식으 로, 나머지 교류·협력 사업은 무상으로 지원 하는 방식이다.  그러나 야당에선 “철도·도로 현대화를 완 료하는 데만 최소 수조원이 들 것으로 예상되 는데 비용추계서에 내년도 비용만 적시한 것 은 적절치 않다”는 비판을 제기했다. 윤영석

한국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정부의 구체적이고 상세한 재정추계서가 제출되지 않은 상태에서 판문점 선언 비준 동의안은 논 의 대상조차 될 수 없다”고 반발했다.  이에 대해 정부는 비용추계서를 통해 “판 문점 선언 이행을 위해 2019년도 사업 추진에 필요한 재정 소요만 산정했다”며 “연도별 세 부적인 재원 소요는 북한 현지조사, 분야별 남북 간 회담과 실무접촉 등을 통해 사업 규 모와 기간이 확정된 이후 산출하겠다”고 밝 혔다. 이번 판문점 선언 비준 동의안 비용추계 는 노무현 정부가 2007년 10·4 선언 이행 후속 조치로 남북 총리회담 합의서 비준 동의안을 국회에 제출할 때와 비슷하다. 2007년 11월 정 부는 10·4 남북공동선언 이행에 관한 제1차 남북 총리회담 합의서 비준 동의안을 국회에

제출하면서 2008년도에 한해 1948억원이 소 요된다고 밝혔다.  당시에도 정부는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총 리회담 합의 이행을 위해 2008년도 사업 추진 에 필요한 기초조사비, 설계비, 초기 공사비 등 필수 재정소요만 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후 통일부는 2008년 9월 윤상현 당시 한나 라당 의원에게 제출한 ‘10·4 선언 합의사업 소 요재원 추계’ 자료를 통해 10·4 남북공동선언 이행을 위한 비용은 14조3000억원 규모로 추 산된다고 밝혔다. 이 중 개성~신의주 철도·도 로 개·보수 등 사회간접자본(SOC) 개발 지원 에는 8조6700억원을 산정했다. 그 때문에 이 번 비용 추계의 적정성을 놓고 여야 간 의견 합의가 쉽지 않을 전망이다. 

하준호 기자 ha.junho1@joongang.co.kr

문화센터

수강생 모집 중 ■민요(월) 오후 1:00 ~2: 30 한국무용(월) 오후 2:30~4:00 ■회비 $100 ■강사 신미미 ■장소 Carrollton H Mart 열린문화센터 ■문의 972-242-9200 강사소개: 신미미 경기무형문화재 제 8호 승무살풀이 춤 이수자 명지대 전통무용 지도자 채널 8 ABC 생방송 출연

A


14 14 14

오피니언 오피니언 오피니언 오피니언 오피니언

2018년 9월 12일 수요일 2018년 2018년 9월 9월 12일 12일 수요일 수요일 2018년 9월 12일 수요일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사설 사설

사   사 설설

비핵화는 비핵화는 말이 말이 아니라 아니라 행동이어야 행동이어야 한다 한다 비핵화는 말이 아니라 행동이어야 한다 2차 안을 거론한다. 거론한다. 우리는 우리는 신고를 신고를 구두로 구두로 약속만 약속만 2차 북·미 북·미 정상회담에 정상회담에 청신호가 청신호가 켜졌다. 켜졌다. 김정 김정 안을

2차 북·미 정상회담에 청신호가 켜졌다. 김정 안을 거론한다. 우리는 신고를 구두로 약속만 하는 수준에서 종전선언이 이뤄지는 건 미흡 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에 도널드 트럼프 하는 수준에서 이뤄지는 건 미흡 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에 트럼프 하는 수준에서 종전선언이 종전선언이 이뤄지는 건 미흡 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에 도널드 도널드 트럼프 안을 거론한다. 우리는 신고를 구두로 약속만 2차 북·미 정상회담에 청신호가 켜졌다. 김정 하다고 본다. 비핵화를 약속하는 북한의 말은 미 대통령이 화답하면서다. 세라 허커비 샌더 본다. 약속하는 북한의 말은 미 대통령이 화답하면서다. 세라 허커비 샌더 하다고 본다. 비핵화를 비핵화를 약속하는 북한의 말은 미 대통령이 화답하면서다. 세라 허커비 샌더 하다고 하는 수준에서 종전선언이 이뤄지는 건 미흡 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에 도널드 트럼프 많이 들었지만 실질 행동은 보지 못했기 때문 스 미 백악관 대변인은 김 위원장이 정상회담 많이 들었지만 실질 보지 때문 스 미 백악관 대변인은 정상회담 들었지만 실질 행동은 행동은 보지 못했기 못했기 때문 스 백악관화답하면서다. 대변인은 김 김 위원장이 위원장이 정상회담 하다고 본다. 비핵화를 약속하는 북한의한다. 말은 미미 대통령이 세라 허커비 샌더 많이 이다. 비핵화는 말이 아니라 행동이어야 개최와 일정을 요구하는 친서를 보내왔다며 이다. 비핵화는 말이 아니라 행동이어야 한다. 개최와 일정을 요구하는 친서를 보내왔다며 이다. 비핵화는 말이 아니라 행동이어야 한다. 개최와 일정을 요구하는 친서를 보내왔다며 많이 들었지만 실질 행동은 보지 못했기 때문 스 미 백악관 대변인은 김있고 위원장이 정상회담  바로 이 점과 관련해 중재를 맡은 우리 정부 “우리는 이 문제에 열려 이미 조율하는  바로 이 점과 관련해 중재를 맡은 우리 정부 “우리는 이 문제에 열려 있고 이미 조율하는  바로 이 점과 관련해 중재를 맡은 우리 정부 “우리는 이 문제에 열려 있고 이미 조율하는 이다. 비핵화는 말이 아니라 행동이어야 한다. 개최와 일정을 요구하는 친서를 보내왔다며 의 책임이 무겁고 다음주 이뤄질 3차 남북 정 과정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대북 강경파인 의 책임이 무겁고 다음주 이뤄질 3차 남북 정 과정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대북 강경파인 의 책임이 무겁고 다음주 이뤄질 3차 남북 정 과정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대북 강경파인  바로 이 점과 관련해 중재를 맡은 우리 정부 “우리는 이 문제에 열려 있고 이미 조율하는 상회담이 중요하다. 문재인 대통령은 김 위원 존 볼턴 국가안보회의 보좌관도 “올해 열리 상회담이 중요하다. 문재인 대통령은 김 위원 존 볼턴 국가안보회의 보좌관도 “올해 열리 중요하다. 문재인이뤄질 대통령은 김 위원 존 볼턴들어갔다”고 국가안보회의밝혔다. 보좌관도 열리 상회담이 의 책임이 무겁고실질 다음주 3차 남북 정 과정에 대북“올해 강경파인 장에게 비핵화의 이행에 있어 과감한 결 는 게 전적으로 가능하다”고 말해 트럼프-김 장에게 비핵화의 실질 이행에 있어 과감한 결 는 게 전적으로 가능하다”고 말해 트럼프-김 장에게 비핵화의 실질 이행에 있어 과감한 결 는 게 전적으로 가능하다”고 말해 트럼프-김 상회담이 중요하다. 문재인 대통령은 김 위원 존 볼턴 국가안보회의 보좌관도 “올해 있음 열리 단을 내려야 한다고 설득해야 한다. 그동안 북 정은 회담을 위한 물밑 작업이 이뤄지고 단을 내려야 한다고 설득해야 한다. 그동안 정은 회담을 위한 물밑 작업이 이뤄지고 있음 내려야 한다고 설득해야 한다. 그동안 북 북 정은 회담을 위한 물밑 작업이말해 이뤄지고 있음 단을 장에게 비핵화의 실질 이행에 있어 과감한 결 는 게 전적으로 가능하다”고 트럼프-김 한이 보여준 비핵화 조치란 게 자신이 선정한 을 시사했다. 한이 보여준 비핵화 조치란 게 자신이 선정한 을 시사했다. 한이 보여준 비핵화 조치란 게 자신이 선정한 을 시사했다. 단을 내려야 한다고 설득해야 한다. 그동안‘셀 북 정은 회담을 위한 마이크 물밑 작업이 이뤄지고 있음 대상을 누구의 감독도 받지 않고 폐기하는  이로써 지난달 폼페이오 국무장관 대상을 누구의 감독도 받지 않고 폐기하는 ‘셀  이로써 지난달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 대상을 누구의 감독도 받지 않고 폐기하는 ‘셀  이로써 지난달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 한이 보여준 비핵화국제사회의 조치란 게 자신이 선정한 을 방북 시사했다. 프(self) 비핵화’로 믿음을 살 수 의 취소로 교착상태에 빠졌던 북한 비핵 프(self) 비핵화’로 국제사회의 믿음을 살 수 의 방북 취소로 교착상태에 빠졌던 북한 비핵 프(self) 비핵화’로 국제사회의 믿음을 살 ‘셀 수 의 방북 취소로 교착상태에 빠졌던 북한 비핵 대상을 누구의 감독도 받지 않고 폐기하는  이로써 지난달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 없음을 지적해야 한 화 일정이 다시 속도 없음을 지적해야 한 화 일정이 다시 속도 없음을 믿음을 지적해야 한 화 일정이 다시 교착상태에 속도 프(self) 비핵화’로 국제사회의 살 수 의 방북 취소로 빠졌던 북한 비핵 다. 불편하고 얼굴을 를 낼 것으로 기대를 청신호 켜진 2차 북·미 정상회담 다. 불편하고 얼굴을 를 낼 것으로 기대를 다. 불편하고 얼굴을 청신호 켜진 2차 북·미 정상회담 를 낼 것으로 기대를 청신호 켜진 2차 북·미 정상회담 없음을 지적해야 한 화 일정이 다시 아닐 속도 붉힐 수밖에 없을지 모은다. 다행이 붉힐 수밖에 없을지 모은다. 다행이 아닐 붉힐 수밖에 없을지 모은다. 다행이 아닐 다. 불편하고 얼굴을 를낼 것으로 기대를 3차 남북 정상회담 성과 내려면 청신호 켜진 2차 북·미 정상회담 라도 말이다. 수 없다. 북·미 접근 3차 남북 정상회담 성과 내려면 라도 말이다. 수 없다. 북·미 접근 3차 남북 정상회담 성과 내려면 라도 말이다. 수 없다. 북·미 접근 붉힐 수밖에 없을지 모은다. 미국과의 다행이 아닐  정부는 현재 남북 배경엔 대  정부는 현재 남북 배경엔 미국과의 대  정부는 현재 남북 배경엔 미국과의 대 비핵화 약속 아닌 이행 끌어내야 3차 남북 정상회담 성과 내려면 라도 말이다. 수 없다. 북·미 접근 비핵화 약속 아닌 이행 끌어내야 관계 진전을 위해 분 화의 끈을 놓지 않으 비핵화 약속 아닌 이행 끌어내야 관계 진전을 위해 분 화의 끈을 놓지 않으 관계 진전을 위해 분 화의 끈을 놓지 않으  정부는 현재 남북 배경엔 미국과의 대 주한 모양새다. 여야 려는 김 위원장과 11 주한 모양새다. 여야 려는 김 위원장과 11 비핵화 약속 아닌 이행 끌어내야 주한 모양새다. 여야 려는 김 위원장과 11 관계논의하겠다고 진전을 위해 분 화의 끈을 놓지앞두고 않으 3당이 남북 정상회담 후에나 한 월 중간선거를 북핵 문제에서 성과를 3당이 남북 정상회담 후에나 논의하겠다고 한 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북핵 문제에서 성과를 3당이 남북 정상회담 후에나 논의하겠다고 한 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북핵 문제에서 성과를 주한 모양새다. 여야 려는 김트럼프 위원장과 11 ‘판문점 선언’ 비준동의안을 의결해 국회로 내려는 대통령의 바람이 맞아떨어진 ‘판문점 선언’ 비준동의안을 의결해 국회로 내려는 트럼프 대통령의 바람이 맞아떨어진 ‘판문점 선언’ 비준동의안을 의결해 국회로 내려는 트럼프 앞두고 대통령의 바람이 맞아떨어진 3당이 남북 정상회담 후에나 논의하겠다고 한 월 중간선거를 북핵 문제에서 성과를 보내는가 하면 14일엔 개성에서 남북 공동연 측면이 있다. 우리 정부의 중재 노력 또한 평가 보내는가 하면 14일엔 개성에서 남북 공동연 측면이 있다. 우리 정부의 중재 노력 또한 평가 보내는가 하면 14일엔 개성에서 남북 공동연 측면이 있다. 우리 정부의 중재 노력 또한 평가 ‘판문점 선언’ 비준동의안을 의결해 국회로 내려는 트럼프 대통령의 바람이 맞아떨어진 락사무소 개소식을 가지려 한다. 앞서 국회 의 하지 않을 수 없다. 대북 특사 파견→남북 정상 락사무소 개소식을 가지려 한다. 앞서 국회 의 하지 않을 수 없다. 대북 특사 파견→남북 정상 락사무소 개소식을 가지려 한다. 앞서 국회 의 하지 않을 수 없다. 대북 특사 파견→남북 정상 보내는가 하면 14일엔 개성에서 남북 공동연 측면이 있다. 우리 정부의 중재 노력 또한 평가 장단과 여야 대표의 방북 동행을 요구한 데 이 회담→북·미 정상회담으로 이어지게 하는 중 장단과 여야 대표의 방북 동행을 요구한 데 이 회담→북·미 정상회담으로 이어지게 하는 중 여야 대표의 가지려 방북 동행을 요구한 데이 회담→북·미 정상회담으로 하는 중 장단과 락사무소 개소식을 한다. 앞서 대의 국회 의 하지 않을 주효했기 수 없다. 대북 특사이어지게 파견→남북 정상 어 문 대통령도 “중차대한 민족사적 앞 개 노력이 때문이다. 어 문 대통령도 “중차대한 민족사적 대의 앞 개 노력이 주효했기 때문이다. 어 문 대통령도 “중차대한 민족사적 대의 앞 개 노력이 주효했기 때문이다. 장단과 여야당리당략을 대표의 방북거두어 동행을달라”고 요구한 데 이 회담→북·미 정상회담으로 이어지게 하는 과 중 에서 제발 말했  그러나 관건은 2차 북·미 정상회담에서 에서 제발 당리당략을 거두어 달라”고 말했  그러나 관건은 2차 북·미 정상회담에서 과 에서 제발 당리당략을 거두어 달라”고 말했  그러나 관건은 2차 북·미 정상회담에서 과 어문 대통령도 “중차대한 민족사적 대의 특 앞 개 노력이 주효했기 때문이다. 다. 하지만 국내 합의가 부족한 상황에서, 연 비핵화 관련 실질적 성과를 낼 수 있느냐 다. 하지만 국내 합의가 부족한 상황에서, 특 연 비핵화 관련 실질적 성과를 낼 수 있느냐 하지만 국내 합의가 거두어 부족한 달라”고 상황에서, 특 연 비핵화관건은 관련 실질적 성과를 낼 수 있느냐 에서 제발 실질적인 당리당략을 말했  그러나 2차 북·미 정상회담에서 과 다. 히 북한의 비핵화 조치가 없는 가운 다. 양측은 현재 선 비핵화 조치냐, 선 종전선 히 북한의 실질적인 비핵화 조치가 없는 가운 다. 양측은 현재 선 비핵화 조치냐, 선 종전선 비핵화 조치가 없는 가운 다. 양측은 관련 현재 실질적 선 비핵화 조치냐, 선 있느냐 종전선 히 다.북한의 하지만실질적인 국내 합의가 부족한 상황에서, 특 연 비핵화 성과를 낼 수 데 쏟아지는 정부의 요구는 자칫 일방통행으 언이냐 문제로 대립 중이다. 이런 가운데 정상 데 쏟아지는 정부의 요구는 자칫 일방통행으 언이냐 문제로 대립 중이다. 이런 가운데 정상 데 쏟아지는 정부의 요구는 자칫 일방통행으 언이냐 문제로 대립 중이다. 이런 가운데 정상 히 비칠 북한의 실질적인 비핵화돌아가야 조치가 없는 가운 다. 양측은 현재 선 비핵화 조치냐, 선 종전선 로 수 있다. 급할수록 한다. 정 회담 논의가 이뤄지고 있다는 건 김 위원장이 로 비칠 수 있다. 급할수록 돌아가야 한다. 정 회담 논의가 이뤄지고 있다는 건 김 위원장이 로 비칠 수 있다. 급할수록 돌아가야 한다. 정 회담 논의가 이뤄지고 있다는 건 김 위원장이 데 쏟아지는 정부의 요구는 자칫 일방통행으 언이냐 문제로 대립 중이다. 이런 가운데 정상 부의 노력은 우선 김 위원장 설득에 맞춰져야 친서에서 비핵화 관련 진전된 내용을 약속한 부의 노력은 우선 김 위원장 설득에 맞춰져야 친서에서 비핵화 관련 진전된 내용을 약속한 노력은 우선급할수록 김 위원장돌아가야 설득에 맞춰져야 친서에서 비핵화 관련 있다는 진전된 건 내용을 약속한 부의 로 것이다. 비칠 수비핵화 있다. 한다. 정 회담 논의가 이뤄지고 김 위원장이 할 없는 남북관계 개선은 공허 데 따른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일각에선 핵 할 것이다. 비핵화 없는 남북관계 개선은 공허 데 따른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일각에선 핵 할 것이다. 비핵화 없는 남북관계 개선은 공허 데 따른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 일각에선 핵 부의 노력은때문이다. 우선 김 위원장 설득에 맞춰져야 친서에서 비핵화 관련 진전된 내용을 약속한 한 외침이기 신고 약속 후 종전선언, 이행으로 이어지는 방 한 외침이기 때문이다. 신고 약속 후 종전선언, 이행으로 이어지는 방 때문이다. 신고 약속 후 종전선언, 이어지는 방 할 외침이기 것이다. 비핵화 없는 남북관계 개선은 공허 데 따른 것이란 분석이이행으로 나온다. 일각에선 핵 한 신고 약속 후 종전선언, 이행으로 이어지는 방

한 외침이기 때문이다.

성역화된 성역화된 소득주도성장, 소득주도성장, 현실 현실 진단마저 진단마저 왜곡되나 왜곡되나 성역화된 소득주도성장, 현실 진단마저 왜곡되나 금융감독원이 로그램에 나와 나와 자영업자 자영업자 어려움의 어려움의 이유를 이유를 소 소 금융감독원이 자영업자 자영업자 애로에 애로에 대해 대해 최저임 최저임 로그램에 금융감독원이 자영업자 애로에 대해 최저임 금 영향을 언급한 보도자료를 배포했다가 뒤 금 영향을 언급한 보도자료를 배포했다가 뒤 금 영향을 언급한 보도자료를 배포했다가 뒤 금융감독원이 자영업자 애로에 대해 논란이 최저임 늦게 이 부분을 삭제한 뒤 다시 배포해 늦게 이 부분을 삭제한 뒤 다시 배포해 논란이 늦게 이 부분을 삭제한 뒤 다시 배포해 논란이 금 영향을 언급한 보도자료를 배포했다가 뒤 다. 자금난에 빠진 자영업자에 대한 금융 지원 다. 자금난에 빠진 자영업자에 대한 금융 지원 다. 자금난에 빠진 자영업자에 대한 금융 지원 늦게 이 부분을 삭제한 뒤 다시119’ 배포해 논란이 프로그램인 ‘개인사업자대출 이용이 올 프로그램인 ‘개인사업자대출 119’ 이용이 올 프로그램인 ‘개인사업자대출 119’ 이용이 올 다. 자금난에 빠진 자영업자에 대한 금융 지원 해 크게 늘었다는 자료였다. 당초 보도자료에 해 크게 늘었다는 자료였다. 당초 보도자료에 해 크게 늘었다는 자료였다. 당초 보도자료에 프로그램인 ‘개인사업자대출 119’ 이용이 올 는 “최근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경영 애로를 는 “최근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경영 애로를 는 “최근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경영 애로를 해 크게 늘었다는 자료였다. 표현을 당초 보도자료에 겪는 한계 개인사업자”라는 썼다가 재 겪는 한계 개인사업자”라는 표현을 썼다가 재 겪는 한계 개인사업자”라는 표현을 썼다가 재 는 “최근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경영 애로를 배포한 자료에는 이를 뺐다. 배포한 자료에는 이를 뺐다. 배포한 자료에는 이를 뺐다. 표현을 썼다가 재 겪는 한계 개인사업자”라는  금감원은 “해당 문구는 실증된 분석 없이  금감원은 “해당 문구는 실증된  금감원은 “해당 문구는 실증된 분석 분석 없이 없이 배포한 자료에는 이를 뺐다. 나온 설명이었다”고 삭제 이유를 설명했지만 나온 설명이었다”고 삭제 이유를 설명했지만 나온 설명이었다”고 삭제 이유를 설명했지만  금감원은 “해당 문구는 실증된 분석 주류 없이 이를 그대로 믿는 사람은 드물 것이다. 이를 그대로 믿는 사람은 드물 것이다. 주류 이를 그대로 믿는 사람은 드물 것이다. 주류 나온 설명이었다”고 삭제 이유를 설명했지만 경제학계와 언론의 비판에도 불구하고 고집 경제학계와 언론의 비판에도 불구하고 고집 경제학계와 언론의 비판에도 불구하고 고집 이를 그대로 믿는 사람은 드물 것이다. 주류 스레 소득주도 성장 정책을 놓지 않는 청와대 스레 소득주도 성장 정책을 않는 스레 소득주도 성장 비판에도 정책을 놓지 놓지 않는 청와대 청와대 경제학계와 언론의 불구하고 고집 의 기류를 의식했을 것이다. 각종 경제 부작용 의 기류를 의식했을 것이다. 각종 경제 부작용 의 기류를 의식했을 각종 경제 부작용 스레 소득주도 성장것이다. 정책을 놓지 않는 청와대 을 외면한 채 아집과 독선에 가까운 청와대의 을 외면한 채 아집과 독선에 가까운 청와대의 을 외면한 채 아집과 독선에 가까운 청와대의 의 기류를 의식했을 것이다. 각종 성역으로 경제 부작용 태도가 소득주도 성장을 일종의 만 태도가 소득주도 성장을 일종의 성역으로 만 태도가 소득주도 성장을 일종의 성역으로 만 을 외면한 채 아집과 독선에 가까운 청와대의 들고 있다는 느낌마저 든다. 들고 있다는 느낌마저 든다. 들고 있다는 느낌마저 든다. 태도가 소득주도 성장을 일종의 성역으로 만  이런 와중에 소득주도 성장 설계자인 홍장  이런 와중에 소득주도 성장 설계자인 홍장  이런 와중에 소득주도 성장 설계자인 홍장 들고 있다는 느낌마저 든다. 표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장은 한 라디오 프 표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장은 한 프 표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장은 한 라디오 라디오 프  이런 와중에 소득주도 성장 설계자인 홍장

로그램에 나와 자영업자 어려움의 이유를 소 득주도 성장이 아니라 경제 구조 탓으로 돌렸 득주도 성장이 아니라 경제 구조 탓으로 돌렸 득주도 성장이 아니라 경제 구조 탓으로 돌렸 로그램에 나와 자영업자 어려움의 이유를 소 다. 최저임금 영향이라기보다는 사라진 대기 다. 최저임금 영향이라기보다는 사라진 대기 다. 최저임금 영향이라기보다는 사라진 대기 득주도 성장이 아니라 경제 구조 탓으로 돌렸 업 낙수 효과와 과당 경쟁 때문이라는 것이다. 업 낙수 효과와 과당 경쟁 때문이라는 것이다. 업 낙수 효과와 과당 경쟁 때문이라는 것이다. 다. 최저임금 영향이라기보다는 사라진 대기 고용 참사를 날씨와 인구구조 탓으로 돌리던 고용 참사를 날씨와 인구구조 탓으로 돌리던 고용 참사를 날씨와 인구구조 탓으로 돌리던 업 낙수 효과와 과당 경쟁 때문이라는 것이다. 정부 설명과 다를 바 없다. 정부 설명과 다를 바 없다. 정부 설명과 다를 바 없다. 고용 참사를 날씨와 인구구조 탓으로 돌리던  그러나 국책 연구기관인 한국개발연구원  그러나 국책 연구기관인 한국개발연구원  그러나 국책 연구기관인 한국개발연구원 정부 설명과어제 다를 발표한 바 없다.‘경제동향 9월 보고 (KDI)마저 (KDI)마저 어제 발표한 9월 (KDI)마저 어제연구기관인 발표한 ‘경제동향 ‘경제동향 9월 보고 보고  그러나최근의 국책 한국개발연구원 서’에서 고용 쇼크에 대해 “인구구 서’에서 최근의 고용 쇼크에 대해 “인구구 서’에서 최근의 고용 쇼크에 대해 9월 “인구구 (KDI)마저 어제상황만으로는 발표한 ‘경제동향 보고 조 변화와 경기 설명하기 어렵 조 변화와 경기 상황만으로는 설명하기 어렵 조 변화와 경기 상황만으로는 설명하기 어렵 서’에서 최근의 고용 쇼크에 대해 “인구구 다”고 평가했다. 보고서에 직접 명시하진 못 다”고 평가했다. 보고서에 직접 명시하진 못 다”고 평가했다. 보고서에 직접 명시하진 못 조 변화와 경기 상황만으로는 설명하기 어렵 했지만, 급격하게 오른 최저임금과 근로시간 했지만, 급격하게 오른 최저임금과 근로시간 했지만, 급격하게보고서에 오른 최저임금과 근로시간 다”고등 평가했다. 직접 영향을 명시하진 못 단축 소득주도 성장 정책의 에둘 단축 등 소득주도 성장 정책의 영향을 에둘 단축 등 소득주도 성장 정책의 영향을 에둘 했지만, 급격하게 오른 최저임금과 근로시간 러 표현한 것이다. 러 표현한 것이다. 러 표현한 것이다. 성장 정책의 영향을 에둘 단축 등갑작스러운 소득주도  최근 통계청장 경질로 ‘코드  최근 갑작스러운 통계청장  최근 갑작스러운 통계청장 경질로 경질로 ‘코드 ‘코드 러 표현한 것이다. 통계’ 논란까지 일었다. 검증 안 된 경제 실 통계’ 논란까지 일었다. 검증 안 된 경제 실 통계’ 논란까지 일었다. 검증 안 된 경제 실  최근 갑작스러운 통계청장 경질로 ‘코드 험을 계속하느라 각종 무리수가 벌어지고 있 험을 계속하느라 각종 무리수가 벌어지고 있 험을 계속하느라 각종 무리수가 있 통계’ 논란까지 일었다. 검증 안벌어지고 된 경제 실 다. 그런데도 정부는 애써 제대로 된 진단을 다. 그런데도 정부는 애써 제대로 된 진단을 다. 그런데도 정부는 애써 제대로 된 진단을 험을 계속하느라 각종잘못되면 무리수가처방이 벌어지고 있 피하고 있다. 진단이 바로 피하고 있다. 진단이 잘못되면 처방이 바로 피하고 있다. 진단이 잘못되면 처방이 바로 다. 그런데도 정부는 애써 제대로 된 진단을 나올 수 없다. 나올 수 없다. 나올 수 없다. 피하고 있다. 진단이 잘못되면 처방이 바로

표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장은 한 라디오 프

나올 수 없다.

왜곡된 왜곡된 인식으로 인식으로 비호감 비호감 자초하는 자초하는 보수 보수 야당 야당 왜곡된 인식으로 비호감 자초하는 보수 야당 자유한국당 렇다고 새로운 새로운 성장 성장 모델에 모델에 대한 대한 언급도 언급도 없었 없었 자유한국당 김병준 김병준 비대위원장을 비대위원장을 비롯한 비롯한 당 당 렇다고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대위원장을 비롯한 당 지도부가 어제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찾는 지도부가 어제 박정희 전 찾는 지도부가 어제 박정희 전 대통령 대통령 생가를 생가를 찾는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대위원장을 비롯한 당 등 하루 종일 대구·경북(TK) 지역을 돌았다. 등 하루 종일 대구·경북(TK) 지역을 돌았다. 등 하루 종일 지역을 돌았다. 지도부가 어제대구·경북(TK) 박정희 전지방 대통령 생가를 찾는 TK가 지역구인 의원과 의원 등 50여 명 TK가 지역구인 의원과 지방 의원 등 50여 명 TK가 지역구인 의원과 지방 의원 등 50여 명 등 하루 종일 대구·경북(TK) 지역을 돌았다. 도 함께했다. 김 위원장이 당 지지세가 강한 도 함께했다. 김 위원장이 당 지지세가 강한 도 함께했다. 김 의원과 위원장이 당의원 지지세가 강한 TK가 지역구인 지방 등 50여 명 대구와 구미를 찾은 건 취임 후 처음이다. 추 대구와 구미를 찾은 건 취임 후 처음이다. 추 대구와 구미를 찾은 건 취임 후 처음이다. 추 도 함께했다. 김 위원장이 당 지지세가 강한 석을 앞두고 텃밭 민심을 살피겠다는 뜻인 만 석을 앞두고 텃밭 민심을 살피겠다는 뜻인 만 석을 앞두고 텃밭 민심을 살피겠다는 뜻인 만 대구와 구미를 찾은 건 취임 후 처음이다. 추 큼 TK 방문 자체를 탓할 건 없다. 큼 TK 방문 자체를 탓할 건 없다. 큼 TK 방문 자체를 탓할 건 없다. 석을 앞두고 텃밭 민심을 살피겠다는 뜻인 만  문제는 한국당이 추구하는 새로운 보수의  문제는 한국당이 추구하는 새로운 보수의  문제는 한국당이 추구하는 새로운 보수의 큼 TK 방문 자체를 탓할 건 없다. 가치가 과연 무엇이냐는 점이다. 김 위원장은 가치가 과연 무엇이냐는 점이다. 김 가치가 과연 무엇이냐는 점이다. 김 위원장은 위원장은  문제는 한국당이 추구하는 새로운 보수의 취임 후 줄곧 문재인 정부와 함께 박정희 정 취임 후 줄곧 문재인 정부와 함께 박정희 정 취임 후 줄곧 문재인 정부와 함께 박정희 정 가치가 과연 무엇이냐는 점이다. 김 위원장은 부 시절 국가주의를 비판하며 거리를 뒀다. 심 부 시절 국가주의를 비판하며 거리를 뒀다. 심 부 시절 비판하며 거리를 뒀다. 심 취임 후국가주의를 줄곧 문재인 정부와걸린 함께 박정희 정 지어 취임 초엔 당 대표실에 이승만·박정 지어 취임 초엔 당 대표실에 걸린 이승만·박정 지어 취임 초엔 당 대표실에 걸린 이승만·박정 부 시절 국가주의를 비판하며 거리를 뒀다. 심 희·김영삼 전 대통령의 사진을 내리는 문제를 희·김영삼 전 대통령의 사진을 내리는 문제를 희·김영삼 전 대통령의 사진을 내리는 문제를 지어 취임 초엔 당 대표실에 걸린 이승만·박정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박정희 시대의 성장 모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박정희 시대의 성장 모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박정희 시대의 성장 모 희·김영삼 전 대통령의 사진을 내리는 문제를 델을 뛰어넘는 새로운 성장 모델이 필요하다’ 델을 뛰어넘는 새로운 성장 모델이 필요하다’ 델을 뛰어넘는 새로운 ‘박정희 성장 모델이 필요하다’ 검토하라고 지시했다. 시대의 성장 모 는 평소 주장에 따라서였다. 는 평소 주장에 따라서였다. 는 평소 주장에 따라서였다. 델을 뛰어넘는 새로운 성장 모델이 필요하다’  하지만 이날 TK 방문에선 비대위 발언 때  하지만 이날 TK 방문에선 비대위 발언  하지만 이날 TK 방문에선 비대위 발언 때 때 는 평소 주장에 따라서였다. 마다 강조한 국가주의는 언급되지 않았다. 그 마다 강조한 국가주의는 언급되지 않았다. 그 마다 강조한 국가주의는 언급되지 않았다.  하지만 이날 TK 방문에선 비대위 발언 그 때

렇다고 새로운 성장 모델에 대한 언급도 없었 다. 다음 주 초면 출범 두 달을 맞는 비대위다. 다. 다음 주 출범 두 맞는 비대위다. 다. 다음새로운 주 초면 초면성장 출범모델에 두 달을 달을 맞는 비대위다. 렇다고 대한 언급도 없었 딱히 성장 모델이 아니어도 국민 피부에 와닿 딱히 성장 모델이 아니어도 국민 피부에 와닿 딱히 성장주모델이 아니어도 국민 피부에 와닿 다.실체적 다음 초면 출범 두 달을 맞는 비대위다. 는 개혁이 전무하다. 개혁 요체인 인 는 실체적 개혁이 전무하다. 개혁 요체인 인 는 실체적 개혁이아니어도 전무하다.국민 개혁 요체인 인 딱히 성장 모델이 피부에 와닿 적 청산은 말할 것도 없다. 문재인 정부 정책 적 청산은 말할 것도 없다. 문재인 정부 정책 적 청산은 것도 없다. 문재인 정부 정책 는 국가주의라고 실체적 말할 개혁이 전무하다. 개혁 요체인 인 을 비판했지만 고용이든, 부동 을 국가주의라고 비판했지만 고용이든, 부동 을 국가주의라고 비판했지만 고용이든, 부동 적 청산은 말할정부의 것도 없다. 문재인 정부 정책 산이든 문재인 국정 폭주에 맞설 대안 산이든 문재인 정부의 국정 폭주에 맞설 대안 산이든 문재인 정부의 국정 폭주에 맞설 대안 을 비전은 국가주의라고 비판했지만 고용이든, 부동 과 없다. 과 비전은 없다. 과 비전은 없다. 산이든 문재인 정부의 국정 폭주에 맞설 지원 대안  오히려 지도부가 ‘자녀 1명당 1억원을  오히려 지도부가 ‘자녀 1명당 1억원을 지원  오히려 ‘자녀 1명당 1억원을 지원 과 비전은지도부가 없다. 하겠다’는 ‘출산주도 성장론’과 ‘요즘 젊은이 하겠다’는 ‘출산주도 성장론’과 ‘요즘 하겠다’는 ‘출산주도‘자녀 성장론’과 ‘요즘 젊은이 젊은이  오히려 지도부가 1명당 1억원을 지원 들은 내 행복이 중요해 애 낳는 것을 꺼린다’ 들은 내 행복이 중요해 애 낳는 것을 꺼린다’ 들은 내 행복이 중요해 애 낳는 것을 꺼린다’ 하겠다’는 ‘출산주도 성장론’과비호감의 ‘요즘 젊은이 는 뒤처지고 왜곡된 인식으로 존재 는 뒤처지고 왜곡된 인식으로 비호감의 존재 는 뒤처지고 왜곡된 인식으로 비호감의 존재 들은 내 행복이 중요해 애 낳는 것을 꺼린다’ 감을 키우는 중이다. ‘돈 줄 테니 애 낳아 키우 감을 키우는 중이다. ‘돈 줄 테니 애 낳아 키우 감을 키우는 중이다. ‘돈 줄 테니비호감의 애 낳아 키우 는 뒤처지고 왜곡된 인식으로 존재 라’는 식의 낡고 해괴한 인식이다. 라’는 식의 낡고 해괴한 인식이다. 라’는 식의 낡고 해괴한 인식이다. 감을 키우는 중이다.여당 ‘돈 줄 테니 애 낳아 키우  그러니 대통령과 지지도가 곤두박질  그러니 대통령과 여당 지지도가 곤두박질  그러니 여당 지지도가 곤두박질 라’는상황에서도 식의대통령과 낡고 해괴한 인식이다. 치는 10%대 지지율은 도무지 움 치는 상황에서도 10%대 지지율은 도무지 움 치는 상황에서도 10%대 지지율은 도무지 움  그러니 대통령과 여당 지지도가 곤두박질 직이지 않는다. 적당히 개혁 시늉만 내면서 철 직이지 않는다. 적당히 개혁 시늉만 내면서 철 직이지 않는다. 적당히 개혁 시늉만 도무지 내면서 철 치는 텃밭 상황에서도 10%대 지지율은 움 되면 민심에 기대는 식이라면 한국당은 되면 텃밭 민심에 기대는 식이라면 한국당은 되면 텃밭 민심에 기대는 식이라면 한국당은 직이지 않는다. 적당히 개혁 시늉만 내면서 철 물론 한국 정치도 희망을 찾기 힘들다. 물론 한국 정치도 희망을 찾기 힘들다. 물론 한국 정치도 희망을 찾기 힘들다. 되면 텃밭 민심에 기대는 식이라면 한국당은

마다 강조한 국가주의는 언급되지 않았다. 그

물론 한국 정치도 희망을 찾기 힘들다.

내일의 성장을 중앙에 두다 내일의 내일의 성장을 성장을 중앙에 중앙에 두다 두다 회장 홍석현 구독신청·배달 1588-3600 / 080-023-5001 홈페이지 http://jjlife.joongang.co.kr 1588-3600 / 080-023-5001 홈페이지 http://jjlife.joongang.co.kr 사장 홍정도 김교준 내일의 성장을 중앙에 두다 발행인 회장 구독신청·배달 홈페이지 http://jjlife.joongang.co.kr // 080-023-5001 1588-3600 홈페이지 사장 발행인 김교준 회장 홍석현 홍석현 구독신청·배달 1588-3600 1588-3600 080-023-5001 홈페이지 http://jjlife.joongang.co.kr 1588-3600 // 080-023-5001 080-023-5001 홈페이지 http://jjlife.joongang.co.kr http://jjlife.joongang.co.kr 사장 홍정도 홍정도 발행인 김교준 광고 접수 02-751-5555 / FAX 02-751-5806 홈페이지 http://jad.joongang.co.kr

광고 홈페이지 http://jad.joongang.co.kr // FAX 51-5555 / FAX 02-751-5806 홈페이지 http://ad.joongang.co.kr 광고 접수 접수 02-751-5555 02-751-5555 FAX 02-751-5806 02-751-5806 홈페이지 http://jad.joongang.co.kr

부회장 · 발행인이철호 · 인쇄인 송필호이정민 주필 이하경 편집인 오병상 논설주간 편집국장 부회장 ·· 발행인 ·· 인쇄인 송필호 주필 이하경 편집인 오병상 논설주간 편집국장 부회장 발행인이철호 인쇄인 송필호이정민

공포 공포 정치 정치 vs vs 트럼프 트럼프 착란 착란 증후군 증후군 공포 정치 vs 트럼프 착란 증후군 지만 이(트럼프) 정도는 아니었다. 최 지만 지만 이(트럼프) 이(트럼프) 정도는 정도는 아니었다. 아니었다. 최 최 악이다.” 악이다.” 악이다.” 지만 이(트럼프) 정도는 아니었다. 최  트럼프는 NYT 기고자를 ‘반역자’  트럼프는 NYT 기고자를 ‘반역자’  트럼프는 NYT 기고자를 ‘반역자’ 악이다.” 라 불렀다. 민주주의 체제에서 나올 라 불렀다. 체제에서 나올 라 불렀다. 민주주의 민주주의 체제에서 나올  트럼프는 NYT 기고자를 ‘반역자’ 시시각각 단어가 아니다. 거짓말 탐지기 동원 단어가 아니다. 아니다. 거짓말 거짓말 탐지기 탐지기 동원 동원 단어가 라 불렀다. 민주주의 체제에서 나올 얘기까지 나온다. 표정 또한 살벌해졌 얘기까지 나온다. 표정 또한 살벌해졌 얘기까지 나온다.거짓말 표정 또한 살벌해졌 단어가 아니다. 탐지기 동원 다. 공포 정치가 따로 없다. 트럼프는 로마 시대 철학가 세네카는 “시간은 다. 공포 정치가 따로 없다. 트럼프는 로마 시대 철학가 세네카는 “시간은 공포 정치가 따로 없다. 트럼프는 로마 시대 철학가 세네카는 “시간은 다. 얘기까지 나온다. 표정 또한 살벌해졌 지지층을 결집하고 충성심을 재확인 진실을 드러낸다”고 했다. 그렇다. ‘트 지지층을 결집하고 충성심을 재확인 진실을 드러낸다”고 했다. 그렇다. ‘트 지지층을 결집하고 충성심을 재확인 진실을 드러낸다”고 했다. 그렇다. ‘트 다. 공포 정치가 따로 없다. 트럼프는 로마 시대 철학가 세네카는 “시간은 하는 효과를 거뒀다고 생각할지 모른 럼프의 진실’이 드러나는 데는 1년밖 하는 효과를 거뒀다고 생각할지 모른 럼프의 진실’이 드러나는 데는 1년밖 하는 효과를 거뒀다고 생각할지 모른 럼프의 진실’이 드러나는 데는 1년밖 지지층을 결집하고 충성심을 재확인 진실을 드러낸다”고 했다. 그렇다. ‘트 다. 그럴까. 에 걸리지 않았다. 다. 그럴까. 에 걸리지 않았다. 그럴까. 에 걸리지 않았다. 하는 효과를 거뒀다고 생각할지 등의 모른 럼프의 진실’이 드러나는시기 데는워싱턴 1년밖 다.  공포는  북핵 위협이 고조되던  공포는 분노를 분노를 낳는다. 낳는다. CNN CNN 등의 등의  북핵 위협이 고조되던 시기 워싱턴  공포는 분노를 낳는다. CNN  북핵 위협이 고조되던 시기 워싱턴 다. 그럴까. 에 걸리지 않았다. 언론은 연일 ‘분노의 보도’를 쏟아낸 에서 기사와 칼럼을 통해 ‘한반도 위 언론은 연일 ‘분노의 보도’를 쏟아낸 에서 기사와 칼럼을 통해 ‘한반도 위 연일 ‘분노의 보도’를 쏟아낸 에서 기사와 칼럼을 통해시기 ‘한반도 위 언론은  공포는 분노를 낳는다. CNN 등의  북핵 위협이 고조되던 워싱턴 다. ‘권력 견제’의 범주를 넘어선 느낌 기’를 전했다. “위기를 과장, 조장하 다. ‘권력 견제’의 범주를 넘어선 느낌 기’를 전했다. “위기를 과장, 조장하 다. ‘권력 견제’의 범주를 넘어선 느낌 기’를 전했다. “위기를 과장, 조장하 언론은 연일 ‘분노의 보도’를 쏟아낸 에서 기사와말을 칼럼을 통해 ‘한반도 위 이다. 우드워드 신간이나 NYT 기고 는 거냐”란 많이 들었다. 현 정부 이다. 우드워드 신간이나 NYT 기고 는 거냐”란 말을 많이 들었다. 현 정부 이다. 우드워드 신간이나 NYT 기고 는 거냐”란 말을 많이 들었다. 현 정부 다. ‘권력 견제’의 범주를 넘어선 느낌 기’를 전했다. “위기를 과장, 조장하 는 별개로 보이지만, 상당수 언론은 트 에 가까운 사람들이 특히 그랬다. 그러 는 별개로 보이지만, 상당수 언론은 트 에 가까운 사람들이 특히 그랬다. 그러 는 별개로 보이지만, 상당수 언론은 트 에 가까운 사람들이 특히 그랬다. 그러 이다. 우드워드 신간이나 NYT 기고 는 거냐”란 말을 많이 들었다. 현 정부 럼프의 ‘ㅌ’자만 나와도 경기를 일으 나 적어도 워싱턴포스트의 간판스타 럼프의 ‘ㅌ’자만 나와도 경기를 일으 나 적어도 워싱턴포스트의 간판스타 ‘ㅌ’자만 나와도 경기를 일으 나 적어도 사람들이 워싱턴포스트의 간판스타 는 별개로 보이지만, 상당수 언론은 트 에 가까운 특히 그랬다. 그러 럼프의 킨다. 객관성 밥 우드워드 킨다. 객관성 객관성 밥 우드워드 킨다. 밥 우드워드 경기를 일으 나 적어도 워싱턴포스트의 간판스타 럼프의 ‘ㅌ’자만 나와도이나 균형감 가 11일 펴낸 트럼프의 공포가 언론의 분노 불러 이나 균형감 가 11일 펴낸 이나 가 펴낸 트럼프의 킨다. 균형감 객관성 밥 11일 우드워드 트럼프의 공포가 공포가 언론의 언론의 분노 분노 불러 불러 각과 거리가 저서 공포 각과 거리가 저서 공포 각과 거리가 저서 공포 이나 균형감 가 보면 11일 그렇 펴낸 이런 지도자에 운명 맡겨야 하다니 멀다. 일종의 를 트럼프의 공포가 언론의 분노 불러 이런 지도자에 운명 맡겨야 하다니 멀다. 일종의 를 보면 그렇 이런 지도자에 운명 맡겨야 하다니 멀다. 일종의 를 보면 그렇 각과 거리가 저서 공포 ‘트럼프 착란 지 않다. 당시 ‘트럼프 착란 지 않다. 당시 ‘트럼프 착란 지 않다. 당시 이런 지도자에 운명 맡겨야 하다니 멀다. 일종의 를 보면 그렇 증후군’일 수 있다. 분노는 증오를 낳 보도한 위기론은 오히려 부족했다. 저 증후군’일 수 있다. 분노는 증오를 낳 보도한 위기론은 오히려 부족했다. 저 증오를 낳 보도한 위기론은 오히려 부족했다. 저 증후군’일 수 있다. 분노는 ‘트럼프 착란 지 않다. 당시 는다. 냉정함이나 자제력이라곤 1도 서에는 트럼프가 주한미군 가족 수천 는다. 냉정함이나 냉정함이나 자제력이라곤 자제력이라곤 1도 1도 서에는 트럼프가 트럼프가 주한미군 주한미군 가족 가족 수천 수천 는다. 서에는 증후군’일 수 있다. 분노는리증오를 낳 보도한 한국을 위기론은 오히려 부족했다. 저 없는 트럼프가 가만있을 없다. 증 명에게 떠나라는 소개령을 내 없는 트럼프가 가만있을 리 없다. 증 명에게 한국을 떠나라는 소개령을 내 트럼프가 가만있을 리 없다.1도 증 명에게 한국을 떠나라는 소개령을 내 없는 는다.앙갚음을 냉정함이나 자제력이라곤 서에는 트럼프가 주한미군 가족 수천 오와 촉구한다. 이에 트럼프 리려 했다는 충격적 내용도 있다. 당시 오와 앙갚음을 촉구한다. 이에 트럼프 리려 했다는 충격적 내용도 있다. 당시 촉구한다. 이에 트럼프 리려 했다는 충격적 내용도 있다. 당시 없는 앙갚음을 트럼프가 가만있을 리폭력을 없다. 증 명에게 한국을 떠나라는 소개령을 내 오와 지지자들은 언론에 욕설과 퍼 워싱턴에는 연말연시를 맞아 귀국한 지지자들은 언론에 욕설과 폭력을 퍼 워싱턴에는 연말연시를 맞아 귀국한 지지자들은 언론에 욕설과 폭력을 퍼 워싱턴에는 연말연시를 맞아 귀국한 오와 앙갚음을 촉구한다. 이에위해 트럼프 리려 했다는 충격적 내용도 있다. 당시 붓는다. 언론은 기자 보호를 보 주한미군 가족들에게 한국에 돌아가 붓는다. 언론은 기자 보호를 위해 보 주한미군 가족들에게 한국에 돌아가 붓는다. 언론은 기자 보호를 위해 보 주한미군 가족들에게 한국에 돌아가 지지자들은 언론에 욕설과 폭력을 퍼 워싱턴에는 연말연시를 맞아 귀국한 디가드까지 동원했다. 그리고 또다시 지 말도록 권유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 디가드까지 동원했다. 그리고 또다시 지 말도록 권유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 디가드까지 동원했다. 그리고 또다시 지 말도록 권유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 붓는다. 언론은 기자악순환이다. 보호를 위해 보 주한미군 가족들에게예민한 한국에 돌아가 트럼프를 는 트럼프를 저격한다. 저격한다. 악순환이다. 악순환이다. 권력 권력 는 말이 말이 돌았다. 돌았다. 워낙 워낙 예민한 예민한 사안이라 사안이라 트럼프를 저격한다. 권력 는 말이 돌았다. 워낙 사안이라 디가드까지 동원했다. 그리고 또다시 지 말도록 권유할 것을칼럼에 검토하고 있다 과 언론만 그런 게 아니다. 보통 시민, 크게 기사화는 못하고 살짝 한 언론만 그런 보통 크게 기사화는 못하고 칼럼에 살짝 과 언론만저격한다. 그런 게 게 아니다. 아니다. 보통 시민, 시민, 크게 기사화는 못하고 칼럼에 살짝 한 한 과 트럼프를 악순환이다. 권력 는 썼던 말이 돌았다.난다. 워낙그런데 예민한 사안이라 친구들 자리에서도 트럼프 이야기가 줄 기억이 실상은 더 친구들 자리에서도 트럼프 이야기가 줄 썼던 기억이 난다. 그런데 실상은 더 친구들 자리에서도 트럼프 이야기가 줄 썼던 기억이 난다. 그런데 실상은 더 과 언론만 그런 게 아니다. 보통 시민, 크게 기사화는 못하고 칼럼에 될 살짝 한 나오면 말싸움으로 비화한다. 심각했다. 사실상 전쟁선언이 뻔했 나오면 말싸움으로 비화한다. 심각했다. 사실상 전쟁선언이 될 뻔했 나오면 말싸움으로 비화한다. 심각했다. 사실상 전쟁선언이 될 뻔했 친구들 자리에서도 트럼프 이야기가 줄 썼던 기억이 난다. 그런데 실상은 더  증오는 고통을 낳는다. 서로 철저하 다. 익명의 고위 관리가 트럼프의 정신  증오는 고통을 낳는다. 서로 철저하 다. 익명의 고위 관리가 트럼프의 정신  증오는 고통을 낳는다. 서로 철저하 다. 익명의 고위 관리가 트럼프의 정신 나오면 말싸움으로 비화한다. 심각했다. 사실상 전쟁선언이 될 뻔했 게 미워하고, 처절하게 싸우는 이 막장 상태를 꼬집은 뉴욕타임스(NYT) 기 게 미워하고, 처절하게 싸우는 이 막장 상태를 꼬집은 뉴욕타임스(NYT) 기 미워하고, 처절하게 싸우는 이 막장 상태를 꼬집은 뉴욕타임스(NYT) 기 게  증오는 고통을 낳는다. 서로 철저하 다. 익명의 고위 관리가 트럼프의 정신 정치의 최대 피해자는 결국 미 사회, 고문은 충격을 더한다. 정치의 최대 최대 피해자는 피해자는 결국 결국 미 미 사회, 사회, 고문은 충격을 충격을 더한다. 고문은 게 미워하고, 처절하게 싸우는 이 막장 상태를 꼬집은더한다. 뉴욕타임스(NYT) 기 정치의 미 국민 몫이다. 그리고 현 상황이 앞  대통령사(史)의 대가 마이클 베실 미 국민 몫이다. 그리고 현 상황이 앞  대통령사(史)의 대가 마이클 베실 미 국민 몫이다. 그리고 현 상황이 앞  대통령사(史)의 대가 마이클 베실 정치의 최대 피해자는 결국 미 사회, 고문은 충격을 더한다.미 역사상 닉슨 으로 2년, 어쩌면 6년 계속될 수 있다 로스는 “이런 상황은 으로 2년, 어쩌면 6년 계속될 수 있다 로스는 “이런 상황은 미 역사상 닉슨 으로 2년,몫이다. 어쩌면그리고 6년 계속될 수 있다 로스는 “이런 상황은 미 마이클 역사상 닉슨 미 것이 국민 현두려움, 상황이 앞  대통령사(史)의 대가 베실 는 그들에겐 가장 큰 가 이후 최초”라고 했다. 역대 백악관 비 는 것이 그들에겐 가장 큰 두려움, 가 이후 최초”라고 했다. 역대 백악관 비 는 것이 그들에겐 가장 큰 두려움, 가 이후 최초”라고 했다. 역대 백악관 비 으로 2년, 어쩌면 6년 계속될 수 있다 로스는 “이런 상황은 미키퍼스의 역사상 닉슨 장 큰 고통일 수 있다. 서실장을 다룬 게이트 저 장 큰 고통일 수 있다. 서실장을 다룬 게이트 키퍼스의 저 장 큰 고통일 수 있다. 서실장을 다룬 게이트 키퍼스의 저 는 것이 그들에겐 가장 큰 두려움, 가 이후 최초”라고 했다. 역대 백악관 비  하지만 비단 그들뿐일까. ‘트럼프자 크리스 위플은 “닉슨은 워터게이  하지만 비단 그들뿐일까. ‘트럼프자 크리스 위플은 “닉슨은 워터게이  하지만 비단 그들뿐일까. ‘트럼프자 크리스 위플은 “닉슨은 워터게이 수 있다. 서실장을 다룬 게이트복도에 키퍼스의 있 저 장 큰 고통일 트 김정은 찰떡궁합’에 찰떡궁합’에 기대야 기대야 하는 하는 게 게 트 사건 사건 이후 이후 웨스트윙 웨스트윙 복도에 복도에 걸려 걸려 있 있 김정은 김정은 찰떡궁합’에 기대야 하는 게 트 사건 이후 웨스트윙 걸려  하지만 비단 그들뿐일까. ‘트럼프자 크리스 위플은 “닉슨은 워터게이 우리네 신세고, 또 절호의 기회라고 는 초상화와 중얼거리며 대화했다”고 우리네 신세고, 기회라고 는 초상화와 중얼거리며 대화했다”고 신세고, 또 또 절호의 절호의 기회라고 는 중얼거리며 대화했다”고 김정은 찰떡궁합’에 기대야 하는 몰 게 트 초상화와 사건 이후 웨스트윙 복도에 걸려 있 우리네 도 한다. 실제 트럼프는 국내에서 회상한다. 심리적으로 정상이 아니었 도 한다. 실제 트럼프는 국내에서 몰 회상한다. 심리적으로 정상이 아니었 한다.신세고, 실제 트럼프는 국내에서 몰 회상한다. 심리적으로 정상이 아니었 도 우리네 또 절호의 기회라고 는 초상화와 중얼거리며 대화했다”고 릴수록 북·미 관계에서 돌파구를 찾 다. 슐레진저 국방장관은 합참의장에 릴수록 북·미 관계에서 돌파구를 찾 다. 슐레진저 국방장관은 합참의장에 릴수록 북·미 관계에서 돌파구를 찾 다. 슐레진저 국방장관은 합참의장에 도 한다. 실제 트럼프는 국내에서 몰 회상한다. 심리적으로 정상이 아니었 는다. 2차 북·미 정상회담 이야기를 게 “내 허가가 없는 한 닉슨의 그 어떤 는다. 2차 북·미 정상회담 이야기를 게 “내 허가가 없는 한 닉슨의 그 어떤 는다. 2차 북·미 정상회담 이야기를 게 “내 허가가 없는 한 닉슨의 그 어떤 릴수록 북·미절묘하다. 관계에서하지만 돌파구를 찾 다. 발사 슐레진저 국방장관은 합참의장에 꺼낸 시점이 철학이 핵 명령도 무시하라”고 지시했 꺼낸 시점이 절묘하다. 하지만 철학이 핵 발사 명령도 무시하라”고 지시했 꺼낸 시점이 절묘하다. 하지만 철학이 핵 발사 명령도 무시하라”고 지시했 2차 북·미 정상회담 이야기를 게 “내 허가가헤이그 없는 한 닉슨의 그 어떤 는다. 비전은 찾아보기 힘든, 분노와 증 다. 나 비전은 찾아보기 힘든, 분노와 증 다. 키신저도 키신저도 헤이그 헤이그 백악관 백악관 비서실장 비서실장 나 나 비전은 찾아보기 힘든, 분노와 증 다. 키신저도 백악관 비서실장 꺼낸 시점이 절묘하다. 하지만 철학이 핵 발사 명령도 무시하라”고 지시했 오로 가득 찬 이 지도자에게 한반도 에게 “당신이 국가를 지키고, 내가 세 오로 가득 가득 찬 찬이 이 지도자에게 지도자에게 한반도 한반도 에게 “당신이 국가를 지키고, 내가 에게 “당신이헤이그 국가를백악관 지키고,비서실장 내가 세 세 오로 나 비전은 찾아보기 힘든, 분노와 무 증 다. 키신저도 운명을 맡겨야 하는 우리 마음도 계를 지킨다. 무슨 말인지 알죠?”라고 운명을 맡겨야 하는 우리 마음도 무 계를 지킨다. 무슨 말인지 알죠?”라고 맡겨야 우리 마음도 무 계를 무슨 말인지 알죠?”라고 오로 가득 찬 이하는 지도자에게 한반도 에게 지킨다. “당신이 국가를 지키고, 내가 세 운명을 척이나 고통스럽다. 했다. 하지만 베실로스의 결론은 이렇 척이나 고통스럽다. 했다. 하지만 베실로스의 결론은 이렇 했다. 하지만 베실로스의 결론은 이렇 척이나 운명을고통스럽다. 맡겨야 하는 우리워싱턴 마음도 무 계를 지킨다. 무슨 말인지 알죠?”라고 다. “닉슨 때 아무리 혼란스러웠다 하 총국장 다. “닉슨 때 아무리 혼란스러웠다 하 워싱턴 총국장 다. “닉슨 때 아무리 혼란스러웠다 하 워싱턴 총국장 했다. 하지만 베실로스의 결론은 이렇 척이나 고통스럽다. 다. “닉슨 때 아무리 혼란스러웠다 하 워싱턴 총국장

김현기 의 김현기 김현기의 의 시시각각 시시각각 김현기의 시시각각

공무원 공무원 천국 천국 아르헨티나의 아르헨티나의 비극 비극 공무원 천국 아르헨티나의 비극 억 억 달러의 달러의 구제금융을 구제금융을 지원받기로 지원받기로 했 했 노트북을 열며 노트북을 노트북을 열며 열며 박 현영 박 노트북을 박현 현영 영열며 글로벌경제팀장 글로벌경제팀장 글로벌경제팀장

박현영

글로벌경제팀장 경제 위기를 겪고 있는 아르헨티나는 경제 경제 위기를 위기를 겪고 겪고 있는 있는 아르헨티나는 아르헨티나는 최근 시위로 몸살을 앓고 있다. 시위 최근 시위로 몸살을 앓고 있다. 최근 시위로 겪고 몸살을 앓고 있다. 시위 시위 경제 위기를 있는 아르헨티나는 주체는 트럭 운전사부터 대두박 공장 주체는 트럭 운전사부터 대두박 공장 주체는 트럭 운전사부터 대두박 최근 시위로 몸살을 앓고 있다. 공장 시위 노동자까지 다양한데, 공무원이 노동자까지 다양한데, 다양한데, 공무원이 공무원이 절반 절반 노동자까지 절반 주체는 트럭 운전사부터 대두박 공장 을 넘는다. 지난해 6월부터 1년간 일어 을 넘는다. 지난해 6월부터 1년간 일어 을 넘는다. 지난해 6월부터 1년간 절반 일어 노동자까지 다양한데, 공무원이 난 시위 462건 가운데 공공부문이 벌 난 시위 462건 가운데 공공부문이 벌 난 시위 462건 가운데 공공부문이 벌 을 넘는다. 지난해 6월부터 1년간 일어 인 시위는 254건(54.9%)이었다. 나라 인 시위는 254건(54.9%)이었다. 나라 인 시위는 254건(54.9%)이었다. 나라 난 어려운데 시위 462건 가운데 공공부문이 벌 가 공무원이 더 열심히 머리 가 어려운데 공무원이 더 열심히 머리 가 어려운데 공무원이 더 열심히 머리 인 시위는 254건(54.9%)이었다. 나라 띠를 둘렀다는 얘기다. 띠를 둘렀다는 얘기다. 띠를 둘렀다는 얘기다. 가 어려운데보건의료 공무원이 더 열심히 머리  지난  지난 5일 5일 보건의료 보건의료 종사자 종사자 수백 수백 명은 명은  지난 5일 종사자 수백 명은 띠를 둘렀다는 얘기다. 부에노스아이레스 시내에 있는 보건 부에노스아이레스 시내에 있는 보건 부에노스아이레스 시내에 있는 보건  지난 5일 보건의료 종사자 수백 명은 부 청사를 에워쌌다. 보건부를 국(局) 부 청사를 에워쌌다. 보건부를 국(局) 부 청사를 에워쌌다. 보건부를 국(局) 부에노스아이레스 시내에 있는 보건 단위로 축소해 사회개발부로 통합하 단위로 축소해 사회개발부로 통합하 단위로 축소해 사회개발부로 통합하 부 방안에 청사를반대하는 에워쌌다.시위다. 보건부를 국(局) 는 노동부 등 는 방안에 반대하는 시위다. 노동부 등 는 방안에 반대하는 시위다. 노동부 등 단위로 축소해 사회개발부로 통합하 다른 부처 공무원도 같은 이유로 집결 다른 부처 공무원도 같은 이유로 집결 다른 부처 공무원도 같은 이유로 집결 는 방안에 반대하는 시위다. 노동부 등 했다. 외신 사진 속 공무원들 표정은 했다. 외신 외신 사진 사진 속 속 공무원들 공무원들 표정은 표정은 덤 덤 했다. 덤 다른 부처 공무원도 같은 이유로 집결 덤했다. 더러 미소도 보였다. 교원노조 덤했다. 더러 미소도 보였다. 교원노조 덤했다. 더러 미소도 보였다. 표정은 교원노조 했다. 외신 사진 속 공무원들 덤 도 거리로 나왔다. 8월 말 교사들은 72 도 거리로 나왔다. 8월 말 교사들은 72 도 거리로 나왔다. 8월 말 교사들은 72 덤했다. 더러 미소도 보였다. 교원노조 시간 파업하며 24% 임금 인상을 요구 시간 파업하며 24% 임금 인상을 요구 시간 파업하며 24%8월 임금 인상을 요구 도 거리로 나왔다. 말 교사들은 72 했다. 교수노조는 30%를 올려 달라고 했다. 교수노조는 30%를 올려 달라고 했다. 교수노조는 30%를 올려 달라고 시간 파업하며 24% 임금 인상을 요구 했다. 정부는 15% 인상안을 고집하다 했다. 정부는 15% 인상안을 고집하다 했다. 정부는 15% 인상안을 고집하다 했다. 교수노조는 30%를 올려 달라고 가 가 25%로 25%로 타협했다. 타협했다. 가 25%로 타협했다. 했다. 정부는 15%긴축 인상안을 고집하다  이들은 정부의 정책에 반대하  이들은 정부의 긴축 정책에  이들은 정부의 긴축 정책에 반대하 반대하 가 25%로 타협했다. 고 있다. 아르헨티나 경제는 올 초부터 고 있다. 아르헨티나 경제는 올 고 있다. 아르헨티나 경제는 올 초부터 초부터  이들은 정부의 긴축 정책에 반대하 심상치 않았다. 인플레이션이 40%로 심상치 않았다. 인플레이션이 40%로 심상치 않았다. 인플레이션이 40%로 고 있다. 아르헨티나 경제는 올 초부터 치솟고 페소화 가치는 연초 대비 50% 치솟고 페소화 가치는 연초 대비 50% 치솟고 연초 대비 50% 심상치 페소화 않았다.가치는 인플레이션이 40%로

억 달러의 구제금융을 지원받기로 했 다. 그 대가로 정부 부처와 공공지출 다. 그 정부 공공지출 다. 그 대가로 대가로 정부 부처와 부처와 공공지출 억 달러의 구제금융을 지원받기로 했 을 축소해 재정 적자를 줄이기로 약속 을 축소해 재정 적자를 줄이기로 약속 을 축소해 재정 적자를 줄이기로 약속 다. 그19개 대가로 정부 부처와 공공지출 했다. 정부 부처를 11개로 줄이는 했다. 19개 정부 부처를 11개로 줄이는 했다. 19개 정부 부처를 11개로 줄이는 을 축소해 재정 적자를 줄이기로 약속 작업이 시작됐다. 긴축 정책은 불가피 작업이 시작됐다. 긴축 정책은 불가피 작업이 시작됐다. 긴축 정책은 불가피 했다. 19개 정부 부처를 11개로 줄이는 한 선택이다. 하지만 나라 사정을 가장 한 선택이다. 하지만 나라 사정을 가장 한 선택이다. 하지만 나라 사정을 가장 작업이 시작됐다. 긴축 정책은 불가피 잘 아는 공무원이 제일 먼저 반대 깃 잘 아는 공무원이 제일 먼저 반대 깃 잘 아는 공무원이 제일 먼저 반대 깃 한 선택이다. 하지만 나라 사정을 가장 발을 올렸다. 발을 올렸다. 발을 올렸다. 잘 아는 공무원이 제일 먼저 반대 깃  단체행동의 힘은 머릿수에서 나온  단체행동의 힘은 머릿수에서 나온  단체행동의 힘은 머릿수에서 나온 발을 올렸다. 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 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 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  단체행동의 힘은 머릿수에서 나온 면 아르헨티나는 국내총생산(GDP)의 면 아르헨티나는 국내총생산(GDP)의 면 국내총생산(GDP)의 다.아르헨티나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에 따르 12.5%를 공공부문 임금으로 지출한 12.5%를 공공부문 임금으로 지출한 12.5%를 공공부문 임금으로 지출한 면 아르헨티나는 국내총생산(GDP)의 다. 공무원 수는 2001년부터 2014년 사 다. 공무원 수는 2001년부터 2014년 사 다. 공무원 수는 2001년부터 2014년 사 12.5%를 공공부문 임금으로 지출한 이에 70% 늘었다. 전체 일자리에서 공 이에 70% 늘었다. 전체 일자리에서 공 이에 70% 늘었다. 전체 일자리에서 공 다. 공무원 수는 2001년부터 2014년 사 공부문이 차지하는 비중은 26.08%에 공부문이 차지하는 비중은 26.08%에 공부문이 차지하는 비중은 26.08%에 이에 70% 늘었다. 전체 일자리에서 공4 이른다(2016년 노동부). 일하는 사람 이른다(2016년 노동부). 일하는 사람 44 이른다(2016년 노동부). 일하는 사람 공부문이 차지하는 비중은 26.08%에 명 중 1명이 공무원이란 얘기다. 2001 명 중 얘기다. 2001 명 중 1명이 1명이 공무원이란 공무원이란 얘기다.사람 20014 이른다(2016년 노동부). 일하는 년 금융 위기 이후 아르헨티나는 손쉽 년 금융 위기 이후 아르헨티나는 손쉽 년 금융 위기공무원이란 이후 아르헨티나는 손쉽 명 중 1명이 얘기다. 2001 게 일자리를 늘리는 방법을 택했다. 공 게 일자리를 늘리는 방법을 택했다. 공 게 일자리를 늘리는 방법을 택했다. 공 년 금융 위기 이후 아르헨티나는 손쉽 무원 증원이다. 무원 증원이다. 무원 증원이다. 게 일자리를 늘리는 방법을 택했다. 공  공무원은 일단 늘어나기 시작하면  공무원은 일단 늘어나기 시작하면  공무원은 일단 늘어나기 시작하면 무원 증원이다. 멈추기가 어렵다. 예산과 정보를 쥐고 멈추기가 어렵다. 예산과 정보를 쥐고 멈추기가 어렵다. 예산과 정보를 쥐고  공무원은 일단 늘어나기 시작하면 있어 증원을 위한 조직 논리를 만드는 있어 증원을 위한 조직 만드는 있어 증원을 위한 예산과 조직 논리를 논리를 만드는 멈추기가 어렵다. 정보를 쥐고 데 탁월하다. 공무원연금까지 고려하 데 탁월하다. 공무원연금까지 고려하 데 탁월하다. 공무원연금까지 고려하 있어 증원을 위한 조직 논리를 만드는 면 재정지출이 막대하다. 더 큰 부작 면 재정지출이 막대하다. 더 큰 부작 면 재정지출이 막대하다. 더 큰 부작 데 탁월하다. 공무원연금까지 고려하 용은 민간 고용이 위축될 위험이다. 용은 민간 고용이 위축될 위험이다. 용은 민간 고용이 위축될더 위험이다. 면 재정지출이 막대하다. 큰 부작 공무원이 많아지면 규제가 늘어난다. 공무원이 많아지면 규제가 늘어난다. 공무원이 많아지면 규제가 늘어난다. 용은 민간 고용이 위축될 위험이다. 민간이 뛰어놀 수 있는 운동장이 좁 민간이 뛰어놀 수 있는 운동장이 좁 민간이 뛰어놀 수 있는 운동장이 좁 공무원이 많아지면 규제가 늘어난다. 아진다. 달리는 데 멈춰 세우는 호루 아진다. 달리는 데 멈춰 세우는 아진다. 달리는 수 데 있는 멈춰 운동장이 세우는 호루 A 호루 민간이많아진다. 뛰어놀 좁 라기가 민간 일자리 늘리기 라기가 많아진다. 민간 일자리 늘리기 라기가 많아진다. 민간 일자리 늘리기 아진다. 달리는 데 멈춰 세우는 호루 는 더욱 어려워진다. 악순환이다. 행 는 더욱 어려워진다. 악순환이다. 행 는 더욱 어려워진다. 악순환이다. 행 라기가 많아진다. 민간 일자리 늘리기 정 수요에 따른 증원이 아니라 일자리 정 수요에 따른 증원이 아니라 일자리 정 따른 증원이악순환이다. 아니라 일자리 는 수요에 더욱 어려워진다. 행


2

경제

종합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Biz 브리프

2018년 9월 12일 수요일

15

개스비 3배 오르고 TV값은 하락

뉴욕 가상화폐 첫 승인 뉴욕주 금융당국이 달러화 에 연동된 가상화폐를 처 음으로 승인했다고 로이 터AFP통신이 11일 보도 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뉴욕 금융서비스국(NYDFS)은 제미니 달러와 팍소스 스 탠더드 등 2개의 스테이블 코인(stable coin)을 발행 하게 해달라는 요청을 승인 했다 2개의 스테이블 코인은 뉴 욕주에 신탁회사로 등록돼 거래가 이뤄진다 스테이블 코인이란 달러 화나 금 같은 안전자산에 연 동시켜 가상화폐의 변동성 을 줄인 형태다 NYDFS 측은 이번 승인 조치는 엄격한 당국 규제 하 에서도 변화를 창출할 수 있 다는 의미라고 말했다

중 WTO에 미국제재 요청 중국이 세계무역기구(WTO) 의 판정을 이행하지 않는 미 국을 상대로 WTO에 제재를 요청했다 WTO는 이달 21일 분쟁해 결기구(DSB)에서 중국이 미국의 판정 불이행에 대해 문제를 제기한 안건을 논의 한다고 11일 밝혔다 중국은 지난해 기계 전자 제품 금속 등 상품의 반덤 핑 관세 분쟁에서 미국에 승 소했다 분쟁 당사국은 15개월 이 내에 WTO 판정을 이행해야 하는데 지난달 22일로 이행 기간은 종료됐다

애플 아이폰 이벤트 생중계 애플이 오늘(12일) 캘리포 니아주 쿠퍼티노 스티브 잡 스 극장에서 개최하는 아이 전자신문으로 폰 언팩(신제품 공개) 이벤 편리하게 트가 트위터로 처음 생중계 (라이브 스트리밍)된다고 신문을 읽으세요! IT매체 테크크런치가 보도 했다 애플 언팩 이벤트는 12일 오전 10시(서부시간)에 시 작된다애플은 해시태그 (#) 애플이벤트로 트위터에 서 이벤트 업데이트를 할 것 으로 알려졌다

1988~201830년 물가 비교

평균 물가상승률은 113% 전자제품농산품 소폭 상승 등록금집값은 평균 이상 애플 주가 21만 배나 급등 장기간의 인플레이션 변화를 살 펴보면 물가가 소득에 따른 구매 력에 얼마나 큰 영향을 미쳤는지 알 수 있다 미국의 연평균 물가 상승률은 3% 수준 하지만 2015년처럼 0%일 때도 있는가 하면 1982년 6% 1975년 9% 그리고 1980년 의 13%처럼 평균치를 훨씬 웃도 는 해도 있었다 그렇다면 30년 전인 1988년과 현재를 비교하면 물가변화는 어 느 정도일까? 당시 미국의 중간 가구소득이 2만5872달러로 현재 (2016년 센서스 기준 5만5332달 러)의 절반 수준이었다 다음은 USA투데이가 소개한 25개 항목의 물가 비교 대학 학비: 칼리지보드 자료 에 의하면 1987-88년 4년제 사립 대학 학비는 1만5160달러(달러 가치는 2017년 물가를 반영해 조 정)였다 4년제 공립대학은 3190 달러이던 시절이다 하지만 2017-18년 사립대는 3만4740달 러 공립대의 거주민 학비는 9970 달러로 각각 뛰었다 결혼비용: 사랑은 공짜일 수 있지만 결혼식만큼은 돈이 드는 일이다 결혼정보업체들에 따르 면 2017년 전국 평균 결혼비용은 2만5764~3만3391달러 1988년 뉴욕타임스에 실린 기사에 의하 면 당시 결혼 평균비용은 1만379 달러였다 베이컨: 노동통계국 조사로 현재 잘게 썬 베이컨 1파운드 가 격은 평균 525달러 정도 1988 년 중반에는 파운드당 190달러 였다 30년 동안 베이커 가격은 176%가 뛰었다 전체 물가인상 률 113%보다 높다 영화티켓: 1988년 전국 평균 값은 411달러였다 현재 평균 티 켓값은 126%가 뛴 927달러다 온라인 스트리밍 등으로 영화관을 찾는 관객이 줄어든 이유가 크다 개스비: 1988년 레귤러 개스 전국 평균값은 갤런당 096달러 였지만 지금은 287달러다 하지 만 개스값은 변화가 심하다는 것 을 감안해야 한다 어쨌든 30년

지난 30년 동안 물가는 113%나 올랐다 하지만 기술의 발전으로 TV나 카메라 등 전자제품 가격은 오히려 내렸다 사진은 베스트바이 매장 모습

만에 개스값은 200%가 올랐다 우유: 1988년 1갤런 가격은 2 19달러로 현재의 289달러에 비 해 32% 인상에 그쳤다 최근 낙 농업계가 고전하고 있는 이유이 기도 하다 밀레니얼들은 우유 대 신 콩이나 아몬드 음료에 더 관심 을 보이고 있다 주택: 1988년 말 전국 중간 주 택가격은 11만 달러였다 2017년 말 가격은 32만3100달러 194% 가 올랐다 1988년 모기지 이자율 은 30년 고정이 10%였다 당시에 11만 달러짜리 주택을 20%(2만 2000달러) 다운하고 8만8000달 러를 융자했다면 월 페이먼트만 772달러로 지금 가치로 계산하면 1200달러 정도다 사과: 노동통계국에 따르면 2017년 말 사과 1파운드의 평균 가격은 132달러 하지만 1988년 여름의 사과 가격은 12개에 080 달러였다 65% 정도 올랐다 애플 주가: 나스닥에 상장된 애플은 1988년 여름 1주에 0 10달러에 불과했지만 현재는 207 달러 선으로 대략 20만7000배가 뛰었다 퍼스트 클래스 우편요금; 1988년 온스당 025달러 지금은 050달러로 100% 인상됐다 컴퓨터: 1988년 640KB 혹은 램과 인텔 80286 칩을 장착한 컴 퓨터 가격은 1400달러였다 지금 의 달러가치로 치면 2155달러 수 준이다 그런데 비슷한 사양이 라면 지금 400달러에 살 수 있다 달걀: 현재 A급의 달걀 12개 가 163달러 정도 1988년 여름 에는 071달러였다 131% 인상 됐다 잡지: 이베이와 뉴스스탠드 자료에 따르면 주요 잡지 가격은

30년 동안 100% 가량 올랐다 더 뉴요커는 권당 175달러에서 8 99달러로 414%가 인상됐다 포 천지는 350달러에서 699달러로 100% 뛰었다 휴대폰: 1988년 모토롤라 다 이나TAC 8500XL(무게 28온 스) 가격은 대략 2500달러 지금 의 달러가치로는 3850달러다 지금은 통화 이상의 기능을 가진 애플 아이폰X를 1000달러에 살 수 있다 빵: 1파운 정도의 빵은 현재 평균 128달러 1988년 여름 가격 으로 060달러다 정확히 평균 물 가인상률 113%에 맞춰 올랐다 빅스크린 TV: 1988년 미쓰비 시 다이아몬드 비전 35인치 TV는 3000달러였다 현재의 달러가치 로 4600달러 수준 현재 소니 60 인치 울트라 HD LED TV는 700 달러 미만이다 4000달러 정도면 85인치 TV를 살 수 있다 아이스크림: 1988년 여름 해프 갤런 아이스크림 평균 가격 은 244달러였다 2018년 여름 가 격은 466달러 30년간 91%가 올 랐다 렌트비: 센서스 자료로 현재 월 렌트비 중간가격은 950달러 수 준 1988년 여름엔 550달러 1988년 가격을 2018년 달러가치 로 환산하면 846달러다 아파트 먼트리스닷컴 조사로 현재 1베드 룸 전국 중간 월 렌트비는 950달 러 2베드룸은 1178달러다 인터넷 이용료: PC월드 매거 진에 의하면 30년 전 컴퓨 서브 를 이용한 시간당 접속료는 6~ 4750달러로 지금으로 치면 13~ 101달러 정도다 속도도 느렸다 현재 인터넷 접속료는 월 50~60 달러 속도도 30년 전에 비해 3만

배 이상 빠르다 안심 스테이크: 1988년 말 농 무부 초이스 안심 스테이크는 파 운드에 385달러였다 지금은 평 균 851달러 121%로 많이 오르 지 않았다1988년 1인당 소고기 소비량은 725파운드로 2017년 의 569파운드에 비해 줄었다 대 신 치킨 소비는 1인당 567파운 드에서 922파운드로 늘었다 커피: 그라운드 로스트 커피 1파운드에 1988년 여름에는 274 달러였다 2018년 여름에는 429 달러로 57% 올랐다 하지만 세 월이 지나면서 고품질의 팬시커피 가격은 꽤 비싸게 팔리고 있다 하드 드라이브 메모리: 1988 년 30메가바이트 시게이트 드라 이브 가격은 300달러였다 메가 바이트당 10달러 정도 지금 시 게이트 테크놀러지 1테라바이트 용량은 50달러 미만이면 구입할 수 있다 메가바이트당 00005달 러 미만이다 카메라: 1988년 캐논 EOS 650은 600달러였다 지금 달러가 치로 923달러 정도 현재 디지털 기 술이 적용된 캐논 DSLR은 사양에 따라 400~800달러면 살 수 있다 전기료: 1988년 여름 1킬로 와트 아워 사용료는 0084달러 2018년 여름 가격은 0139달러 64% 올랐다 컬러 프린터: 1988년 24핀 화소의 컬러 프린터로 사양에 따 라서는 1페이지 복사하는 데 30 초에서 10분까지 걸렸던 알프스 ALQ300dl 프린터가 995달러였 다 지금의 달러가치로 환산하 면 2126달러다 지금은 1분에 19 페이지를 복사할 수 있는 레이저 프린터를 175달러 미만에 살 수 김문호 기자 있다

Dallas_972-242-9200, Houston_832-366-7720, Austin_512-537-1062

A


16 전면광고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휴스턴 해병대 전우회 주최 휴스턴 해병대 전우회는 1950년 한국전쟁 중 인천상륙작전의 성공에 힘입어 서울을 공산치하로부터 수복한 9월 28일을 기념해 매년 기념식과 사격대회를 개최해오고 있습니다. 지난해 하리케인 하비로 인해 취소되었던 ‘9.28 서울수복 기념 사격대회’를 올해는 다음과 같이 실시하오니 많은 동포들의 참가를 바랍니다.

 

68주년 9.28 서울수복 기념식 및 사격대회 일시 : 9월 23일(일) 오후 1시 장소 : 아메리칸슈팅센터 16500 Westheimer Pkwy Houston, TX 77082 사격대회 참가비 : $50 (우승 트로피 증정, 간단한 다과 준비)

총기소지면허 한국어 교육 68주년 9.28 서울수복 기념으로 총기 소지면허 한국어 강의를 실시합니다.

일시 : 2018년 9월 22일(토) 오전 10시 장소 : 코리아하우스 10078 Long Point Rd. Houston, TX 77055 지참물 : 시민권 또는 영주권 양면 카피본 참가교육비 : $200 (중식포함) 서류작성 : 모든 제출서류는 강사 지도하에 교육후 작성 예정 (강의/서류작성/사격) 문의 : 휴스턴 해병대 전우회 이광후 회장 (281) 451-8297 *사전접수 후 참가 인원 미달시 교육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갱신은 인터넷으로 별도 신청 가능

휴스턴 해병대 전우회 A


Doctor Kim’s Dental Clinic

여러분 가까이 참 좋은 치과가 있습니다

Piano/ ViolinCello/ Flute Saxophone/ Drum Clarinet/ Bass Guitar Guitar (Acoustic, Electric)

달라스 어빙

치과 전반치료 | 소아치과 | 치열교정 | 예방치과 | 미용치과 | 잇몸치료 | 보철치료 | 임플란트 원장 Dr. 김순기

각종보험/Chip 메디케어 받습니다!



972.399.1466/972.243.0365

(달라스) 972-242-9200. (휴스턴) 832-366-7720. (어스틴) 512-537-1062 dallas@koreadailytx.com/ houston@koreadailytx.com/ austin@koreadailytx.com

서울대학교 치과대학 졸업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석 박사 USC 치과대학 졸업

COPYRIGHT 2018

Friday, September 14, 2018 C

마음 속 깊이 담겨 있던 6.25전쟁의 아픔, 글로 표출되다 6.25 전쟁의 참혹한 실상을 말과 역 사적 자료로만 접할 수 밖에 없는 요즘이다. 6.25 한국전쟁을 직접 경 험한 세대로부터 그 아픔과 비극을 전해 들을 수 있는 기회는 이제 많 이 남아있지 않은 듯하다. 세월은 그 렇게 속절없이 흘러왔다. 전쟁을 경험한 세대에게는 겹겹이 쌓여진 세월의 두께도 그 전쟁에서 겪어낸 고통과 아픔을 잊혀지게 할 수 없다. 세월의 두께는 단지 덮여진 먼지일 뿐, 쓱 닦아내면 아픔의 기 억들이 아직도 생생하게 살아난다. 북텍사스 이북5도민회에서 주최한 ‘6.25전 전쟁 체험 수기’는 그 아픔 들을 다시 한번 후대에 고스란히 전 해줄 수 있는 좋은 기회를 만들어줬 다. 다시 아프기 위해 그 기억들을 들추어내는 것이 아닌, 다시는 한반 도에서 살아가는 후세들이 이와 같 은 아픔을 겪게 해주고 싶지 않은 전쟁을 겪어낸 앞선 세대들의 간절 한 외침이었다. <편집자 주>

6.25전쟁 체험 수기 수상자들과 북텍사스 이북도민회 관계자 및 심사위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아버지! 내일이면 이 못난 자식이 집으로 돌아갑니다” 이번 공모전 대상의 수상 작품은 오세희 씨의 ‘집으로’라는 작품이다. 갓 스물을 넘긴 청년의 꿈과 사랑, 그러나 그것을 철저히 짓밟은 것은 바로 동족상잔의 처참한 전쟁 현장이었다. 세상 의 요동함 속에서 시작된 그의 피난과 포로 생 활 등이 인생의 잊지 못할 기억을 남겨주었다. 포로생활 22년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기 전 날 밤 그의 마음은 어땠을까 상상조차 가지 않 는다. 드디어 집으로 향하는 길 그는 표현한다. “매미소리 시원하게 공기를 가르고 계곡의 물 소리가 경쾌하게 느껴지는 여름의 한 가운데서 집으로 향하는 발걸음은 날아갈 듯 가벼웠다” 아픔을 이겨낼 수 있는 것은 ‘돌아감’에 대한 기쁨이었다. 당연히 누려야 할 일상의 행복을, 그 삶의 소소한 기쁨을 민족의 아픔과 함께 빼 앗길 수 밖에 없었던 그의 청춘, 백발이 된 지 금 그 기억을 글로 담담히 적어내며 그는 강조 한다. ‘다시는 이 아름다움과 평화를 깨는 전쟁 은 일어나지 말아야 한다’고 말이다. “전쟁 직후 마을을 떠날 때 들려오던 포성 도 하늘을 나는 전투기도 더 이상 없지만, 전 쟁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종전이 아닌 휴전 상 태에 있는 중이다. 전쟁은 끝나야만 한다. 조국 의 산하, 그 아름다움과 평화를 후손들에게 그 대로 이어주려면 전쟁은 다시 일어나서는 안 될 일이다”

“잊을 수 없는 그 순간들, 어찌 잊으리” 최우상을 받은 한정훈 씨의 ‘잊혀지지 않는 6.25’, 우수상 안순희 씨의 ‘내가 겪은 6.25’, 가 작 박정자 씨의 ‘인천에서 보낸 6.25 전쟁’에서 말하는 전쟁의 실상은 포성 난무한 전쟁터의 참 혹함을 넘어선 전쟁으로 인해 무너진 일상에서 의 참혹함을 말해주고 있었다. 아름다운 산천에서 영원할 것만 같은 일상의 행복함이 여실히 무너지는 현실들, 시체가 난 무하는 그 무서운 현장들, 다섯 살의 아이 눈에 비쳐진 그 참혹함은 여전히 마음 속 응어리져 진 아픔으로 남겨져 있다. 그 아픔을 딛고 초등학교 교사가 된 안순 희 씨, 자신의 삶의 흔적을 되돌아 보며 그녀 는 말한다. “한국에 통일을 이루길 기대해 본다. 매일 들 리는 뉴스는 잘 될 듯 하더니 점점 어려워져 가 고 있다. 통일이 된다면 해주에 가보고 싶다. 아 직도 아버지의 형제들은 이북에 살고 있지만, 소식을 들은 적은 없다. 내 어머님 생전에 사촌 들을 만나면 서로 사상이 달라서 어려울 것이라 고 말씀해 주셨다. 그래도 통일이 되어 남북한 이 하나 되면 옛날 이야기하며 살아보고 싶다” 특히 이북이 고향인 그들, 전쟁의 참혹함을 딛고 일어나 인생의 꽃을 피어 낸 세대. 전후 세대들은 여러 이유를 대며 통일은 힘들어 질 거라고 말한다. 하지만 그들은 통일은 꼭 되어 야 한다고 말한다. 이유는 간단하다. 우리는 원

대상을 수상한 오세희 씨가 수상 소감을 말하고 있다.

래 하나였으니까 말이다. 안순희 씨가 전한 마 지막 문장이 마음을 울린다. “그래도 통일이 되어 남북한이 하나 되면 옛 날 이야기 하며 살아보고 싶다” 전쟁의 참혹함을 넘어서 여전히 그 기억을 떠

올릴 수 있는 용기와 힘은 그 아픔을 함께 겪어 내고 이겨내며, 그 아픔의 전쟁 전에 함께 행복 을 나누었던 가족들에 대한 사랑과 그리움 이였 을 것이다. 아픔을 지워내면 그 사랑도 그리움 도 지워질까봐 말이다. 조훈호 기자

앞선 사람들의 신문

중앙일보와 함께 시작하십시오 Dallas_972.242.9200 Houston_832-366-7720 Austin_512.537.1062

“중앙일보를 읽고 있는 당신은 이미 트렌드 리더입니다” C


2

스포츠 2018년 9월 13일

스포츠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목요일

다저스 타선 류현진에게 감정 있나

등판때마다 물방망이로 부담 줘 류현진(31LA 다저스)이 타 선의 지원없이 고군분투하는 일이 이어지고 있다 11일 신시내티 레즈와의 원 정경기에서도 5이닝 8피안타 (2피홈런) 3실점으로 비교적 호투했지만 1-3으로 졌다 시 즌 3패(4승)째를 당한 류현진 의 방어율은 242로 올라갔지 만 1득점으로 승리를 기대하긴 어려웠다 경기후 류현진은 이날 투구 에서 몇차례 실수가 있었다고 후회했다 구위는 평소에 비해 나쁘지 않았지만 제구가 뜻대

올시즌 류현진(31)이 등판할때마다 다 저스 타선이 제대로 터져주지 않으며 답답한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AP]

음주운전 토트넘 요리스

로 되지 않았던 점을 들었다 0-0이던 2회말 1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신인 브랜든 딕슨에 게 좌월 솔로홈런을 맞았다 컷패스트볼이 가운데로 몰 렸는데 그답지 않은 피칭이었 다 다저스 타선이 침묵한 가 운데 3회말 선두 스콧 셰블러 에게 또다시 솔로홈런을 맞았 다 직구를 몸쪽에 붙였지만 셰블러가 잘 받아쳤다 5회말에도 3연속 안타로 추 가실점했다 투구수가 85개에 이르자 데이브 로버츠 감독은 6회초 류현진 타석 때 대타 체 이스 어틀리를 내세웠다 두경기째 부진했지만 결과 적으로 타선도 도와주지 못했 다 지난주 뉴욕 메츠전에서 6 이닝 동안 10안타(5실점 1자 책)를 내주더니 신시내티에게 도 8안타를 맞았다 공 배합이 효과적이지 못했다 스트라이 크존 가운데로 몰리는 공도 꽤 있었다 김선우 해설위원은 최하위 신시내티는 편안하게 경기를 했지만 1위 다툼을 하고 있는 다저스는 긴장했다 이런 분위 기가 류현진에게 부담을 줬다 김식 기자 고 평가했다

전 사실과 함께 유죄를 시인했다 프랑스 대표팀 주장으로 두달 전 러시아 월드컵 우승을 이끌었 던 요리스는 지난달 24일 런던 중 심가 글로스터 지역에서 경찰이 정기적으로 벌이는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만취한 요리스는 포르셰 파나 메라 차량을 주차된 차량 쪽으로 몰다가 방향을 트는가 하면 신호 를 무시하고 달렸다고 검찰 측은 설명했다

3

‘추신수 2출루-오타니 3출루’ LAA, TEX에 완승 추신수(36·텍사스)와 오타니 쇼 헤이(24·LA 에인절스)가 나란 히 안타를 신고했다. 경기는 LA 에인절스의 완승으로 끝났다. 추신수와 오타니는 12일 미 캘 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엔젤스 스 타디움에서 열린 양팀의 맞대결에 나란히 선발 출장했다. 1번 좌익 수로 출전한 추신수는 3타수 1안 타 1볼넷을 기록하며 출루율을 끌 어올렸다. 4번 지명타자로 출전한 오타니는 3타수 2안타 1볼넷의 활 약으로 팀의 8-1 완승을 이끌었다. 추신수의 타율은 2할7푼3리 안병훈(가운데)이 신한 동해 오픈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자신의 각오를 밝히고 있다 [본사 전송] 로, 오타니의 12일 타율은 2할9푼5 리로 조금씩 올랐다. 오타니 는 종전 2할9푼1리에서 4리를 더 끌어올리며 3할 진입도 노 려볼 수 있는 위치에 올라섰다. 추신수는 신한 동해 1회 오픈2루수 13일 땅볼을 개막 기 희재씨와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동갑내기 노승열과 엎치락뒤치 록했고, 3회 두 번째 타석에서는 올린다 일리노이대에서 보험계 락 접전을 펼친 끝에 결국 한타차 4라운드 다음날이 생일 중전안타를 치며 연속 안타 행 리학을 전공한 신부는 글로벌 금 로 한국프로골프(KPGA) 첫 우 진을 5회의욕 세 번 융회사에 다니다 사직한뒤 안병 승을 차지했다 12월이어갔다. 결혼 앞둬다만  우승 훈과 투어를 다니며원바운드로 예비 남편 한편 이번 대회엔 일본에서 활 째 타석이 아쉬웠다. 중견수 방 한 발판을 놨고, 불펜도 나머 2루타를 날렸다. 담 리의 을 응원해왔다 약중인 베테랑 양용은(46)도 참 향으로 날카로운 타구를 날렸 장을 이닝을 잘 막았다. 아르시아 때렸다. 오타니는 후속타자 지 4라운드 다음날이 생일입니다 안병훈은 프러포 가한다 지진때리는 여파로 등 대회가 으나 중견수 트라웃의 호수비 업튼의 홈런 일본 두 방을 3안 3루타 지난해 때 홈을12월 밟았다. 5회 는 또새 인생을추신수는 시작하게 된만큼 기 선두타자로 즈 사진을 최근 소셜미디어에 공 취소되며 오게 됐다 에 막혔다. 7회 마지 나서 볼넷을 기록한 타 4타점 맹활약을 펼쳤다. 텍사 대도타석에서는 크다 개하면서 7회 최씨와의 약혼 사실을 양용은은 PGA챔피언십에서 막 볼넷을 골랐다. 오타니는 선발 가야르도가 3이닝 6실 우전안타를 기록하 스는 12일 인천좀베어즈베스트 알렸다 핑퐁 부부 안재형 우승했던 2009년에 출전한 이후 오타니는 더 뜨거웠다. 청라 1회 며 최근의 상승세를 이어나갔다. 점으로 무너졌다. 타선은 8안타를 골프장기록했으나 13일 개막하는 신 (53)-자오즈민(55)의 외동아들 9년September 만에 이 대회에 그때 삼진을 3회제34회 두 번째 응집력이 부족했다. 에인절스는 선발 페냐가 6이 기록했으나 Thursday, 13,나왔다 2018 C 한 동해 오픈에 출전하는 안병훈 로 무실점 유명한 안병훈은 2년만에 신한 도 많은 갤러리 속에서 즐겁게 플 타석에서는 우익수 방향으로 경쾌 닝 김태우 기자 호투를 펼치며 팀 승 (27)은 12월 결혼 소식이 알려진 동해 오픈에 출전한다 레이했다 이번엔 좋은 성적을 거 데 대해 쑥스러워 하며 이렇게 말 2015년 대회 당시 마지막 날 1 두고 싶다고 했다 김지한 기자 했다 안병훈은 초등학교 동창 최 만5000명이 넘는 갤러리 앞에서

안병훈 우승컵에 입 맞추고 생일상 받을까

5경기서 홈런 3개 물 오른 최지만

벌금에 면허정지 20개월

지난달 음주운전 단속에 적발돼 기소됐던 영국 프리미어리그 토 트넘 핫스퍼 소속 골키퍼 위고 요 리스(31)에게 벌금 6만달러에 면 허 정지 20개월이 선고됐다 12일 스카이 뉴스에 따르면 요 리스는 웨스트민스터 치안판사 법정에서 열린 공판에서 음주운

음주운전을 한 요리스(왼쪽)가 법원을 나서며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연합]

혹사 논란 휩싸인 손흥민

런던 도착 리버풀전 준비

인디언스전 시즌 9호 결승 투런포 역대 첫 3-1 도핑승리 없는기여 대회로

11일 칠레와의 A매치 평가전 을 마친 한국 축구팀의 주장 손흥민(토트넘 핫스퍼사 진)이 휴식없이 곧장 프리미 어리그가 진행중인 영국으로 떠났다 부친 손웅정씨와 12일 영 종도 공항에 나타난 손흥민 은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 지 않은채 조용히 출국했다 13일 런던에 도착해 시차 적응회복 훈련을 가질 예정 인 손흥민은 15일 웸블리 스 타디움서 벌어지는 토트넘리버풀의 홈경기에 출전할 예정이다 지난 5월 프리미어리그 시 즌을 마친뒤 곧장 귀국 러시 아 월드컵을 뛴 손흥민은 한

12일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홈경기에서 결승홈런을 터뜨린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오른쪽)이 3-1 승 리 직후 동료 카를로스 고메스와 기쁨을 나누고 있다

모처럼 낮경기에 터진 다저스 방망이 텍사스 시즌 7번째 대결서 레즈에 8-1 첫승

내년 광주세계수영선수권

[AP]

2019년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 젊은 거포 최지만(27탬파베이 레이스)이 올시즌 원회한국도핑방지위원회(KADA)는 9번째 대포를 결승 투런 홈런으로 장식하며 절정에 12일 도핑관리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 달한 타격 감각을 이어갔다 조영택 조직위 사무총장진영수 도핑 최지만은 12일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의 방지위원장은 도핑관리 프로그램 운영을 트로피카나 필드서 벌어진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위한 관리 인력도핑 방지 현장 홍보와 교 의 홈경기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장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육 등을 협력하고 추진하기로 했다 국-영국-미국을 오가며 프 맹활약하며 3-1 승리에 기여했다 타율도 0280(161타수45안타)으로 도핑방지위원회에는 세계수영연맹 리시즌 일정을 소화하며 휴 올라갔다 (FINA)과 업무협의를 진행해 나갈 도핑 식없이 잇단 경기에 출전했 이틀전 같은 팀과의 대결에서 9회말 투아웃에 역전 끝내기 2점포를 전문 인력을 조직위에 파견키로 했다 다 이어 프리미어리그 새 시 작렬시켰던 최지만은 또 클리블랜드를 울렸다 1회말 2사 1루에서 타 내년 세계 수영대회는 7월12일~28일까 즌 개막전을 치른뒤 인도네 석에 들어선 최지만은 인디언스 선발 카를로스 카라스코의 초구를 통 지 열리며 선수촌과 남부대 시립국제수영 시아로 이동해 자카르타팔 타 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결승 2점홈런을 날렸다 이는 최근 5경기 장 등 6곳에서 참가 선수를 대상으로 혈 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서 3번째 홈런이기도 하다 액소변 검사를 통해 도핑을 검사한다 지휘했다 이후 연속 삼진으로 물러난 최지만은 2점차로 리드한 8회말 마지막 조 총장은 2년전 러시아 도핑 스캔들 이후 코스타리카칠레와 타석에서 구원투수 앤드루 밀러를 공략 우익수 방면 안타로 멀티히트 이후 평창 올림픽광주 유니버시아드의 평가전을 치른뒤 프리미어리 및 5경기 연속 안타ㆍ11경기 연속 출루를 완성했다 경험을 가진 위원회와 함께 공정하고 깨 그유럽 축구 연맹 (UEFA) 레이스의 좌완 에이스 블레이크 스넬은 이날 7이닝 1피안타 9탈삼진 끗한 첫 무결점 대회를 치르도록 하겠다 챔피언스리그 출전을 위해 1실점으로 방어율을 203으로 낮추며 19승(5패)을 달성했다 클리블랜 고 강조했다 유럽으로 떠난 것이다 드 선발 카라스코도 7이닝 6피안타 3실점으로 퀄리티 스타트를 기록했 지만 최지만에게 당한 초반일격으로 패전(16승9패)의 멍에를 쓰고 말 봉화식 기자 았다

솔로 홈런을 터뜨리고 2사 1루에 서 야스마니 그란달의 우중간 2루 타가 나오며 2-1로 역전시켰다 5회초에도 2사 1루에서 피더슨 의 2루타 저스틴 터너의 2타점 중전 안타 그란달의 우전 안타에 2루수 스쿠터 지넷의 에러로 2점 을 추가했다 6회초 역시 1사 1ㆍ 3루에서 터너가 좌익수 키를 넘기 는 2루타로 주자를 불러들였다 한편 다저스 선발 로스 스트리 플링은 31이닝 3피안타 1피홈런 1볼넷 4탈삼진 1실점으로 기대보 다 많은 51개의 공을 던졌다

LA 다저스가 시즌 내내 우리팀 공격이 꾸준하 꼴찌팀 레즈에 지 못하다는 평가한다 당한 연패 사슬 그러나 낮경기로 열린 이날만 을 끊었다 큼은 화끈한 타격을 선보였다 레 다저스는 12일 오하이오주의 즈 선발 앤소니 데스클라파니는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서 벌 42이닝만 버티며 5피안타 1피홈 어진 신시내티 레즈(63승84패) 런 3볼넷 5탈삼진 6실점 5자책으 와의 원정시리즈 최종3차전에서 로 두들겨 맞았다 8-1로 역전승 79승67패를 기록 3회까지는 완벽한 투구였지만 구독신청방법: 봉화식 기자 했다 관계기사 3면 타선이 한바퀴 돈 4회초부터 상황 성함과 이메일주소를 dallas@koreadailytx.com으로 bonghwashik@koreadailycom 다저스는 내셔널리그 중부조 이 바뀌었다 작 피더슨이 동점 보내 주시면 바로 텍사스 중앙일보 전자신문을 최하위 신시내티를 맞아 올시즌 1 승6패로 전패를 모면한뒤 받아미주리 보실 수 있습니다. 주 세인트루이스로 이동했다 Dallas_972.242.9200, Houston_832-366-7720, Austin_512.537.1062 E-mail : dallas@koreadailytx.com / houston@koreadailytx.com / Austin@koreadailytx.com 2018년 다저스의 방망이는 기 복이 심하다 감각이 좋을때는 다 C 득점을 하지만 차갑게 식을때는 1점 내기도 버거운 변덕을 이어가 고 있다 승리한 경기에서 508점 을 냈지만 패배한 경기에서는 174

빠른 정보! 매일 발행!

텍사스 중앙일보 전자신문


4

2018년 9월 13일스포츠 목요일

스포츠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생활과

수 지 침

수강생 모집 커리큘럼 1주차. 오리엔테이션 및 소화불량시 대처법 2주차. 수지침식 건강비법 3주차. 졸도시 응급 처리법 4주차. 각종 관절 통증시 치료법

시간: 매주 수요일 10-11 장소: 중앙일보 문화센터 아카데미 강의실 수강료: $100 (총4회)

강사: 김은영 2003년 수지침 자격증 취득 조지아에서 수지침 교실 운영 조지아 중앙일보 수지침 강좌 개설 교회 내 수지침 활동 및 강좌 운영 (2003 – 2004)

주최:

후원:

C

3


4

ě &#x201E;늴ę´&#x2018;ęł 

2018ë&#x2026;&#x201E; 9ě&#x203A;&#x201D; 14ě?ź ę¸&#x2C6;ě&#x161;&#x201D;ě?ź

ë&#x2039;Źë?źě&#x160;¤ ěľ&#x153;ęł ě?&#x2DC; ę°&#x2022;ě&#x201A;Źě§&#x201E;ě&#x153;źëĄ&#x153; ěľ&#x153;ęł ě?&#x2DC; ë &#x2C6;ě&#x160;¨ě?&#x201E; 경í&#x2014;&#x2DC;í&#x2022;´ ëł´ě&#x201E;¸ě&#x161;&#x201D; Piano / Violin / Cello / Flute / Saxophone Clarinet / Drum / Guitar / Bass / ě&#x17E;&#x2018;곥 / í&#x17D;¸ęłĄ 1:1 ë &#x2C6;ě&#x160;¨ / ꡸룚ë &#x2C6;ě&#x160;¨ ě &#x201E;돸ë°&#x2DC;(í&#x2022;&#x2122;ęľ?ë°´ë&#x201C;&#x153;) / 졨미ë°&#x2DC;(ę°&#x20AC;ě&#x161;&#x201D;,í&#x152;?) / ęľ?í&#x161;&#x152; ë°&#x2DC;죟ë˛&#x2022;(ě°Źě&#x2013;&#x2018;í&#x152;&#x20AC;) ë&#x2039;¤ě&#x2013;&#x2018;í&#x2022;&#x153; ę°&#x2022;ě?&#x2DC;ë&#x201C;¤ëĄ&#x153; ě&#x2014;Źë&#x;Źëś&#x201E;ě?&#x201E; ě°žě&#x2022;&#x201E; ę°&#x2018;ë&#x2039;&#x2C6;ë&#x2039;¤. ě&#x17E;Ľě&#x2020;&#x152;: 3918 Old Denton Rd. Carrollton, TX 75007 돸ě?&#x2DC;: 940. 597. 9681 (ě&#x203A;?ě&#x17E;Ľ ě?´í&#x192;&#x153;ě&#x161;Š)

Dream Art 뼟 ë§&#x152;ë&#x201A;&#x2DC;늴 ě&#x2022;&#x201E;ě?´ë&#x201C;¤ě?&#x2DC; 미ë&#x17E;&#x2DC;ę°&#x20AC; ë&#x2039;Źë?źě§&#x2018;ë&#x2039;&#x2C6;ë&#x2039;¤ ě&#x192;?ę° ě&#x153;źëĄ&#x153; í&#x2018;&#x153;í&#x2DC;&#x201E;í&#x2022;&#x2DC;ë&#x160;&#x201D; 미ě&#x2C6; í&#x2022;&#x2122;ě&#x160;ľě?&#x201E; í&#x2020;ľí&#x2022;&#x153; ě&#x201A;Źęł ë Ľ, ę´&#x20AC;ě°°ë Ľ í&#x2013;Ľě&#x192; ě?&#x20AC; 모ë&#x201C;  í&#x2022;&#x2122;ě&#x160;ľě?&#x2DC; 기본ě?´ ë?Šë&#x2039;&#x2C6;ë&#x2039;¤

 Kidâ&#x20AC;&#x2122;s Art, Art Foundation, Portfolio, Pre/Side Portfolio, Computer Art (Photoshop, Illustration, Animation, Game Art, Graphic Design)

 ë&#x201C;&#x153;댟ě&#x2022;&#x201E;í&#x160;¸ í&#x201D;&#x152;ë &#x2C6;ě?´ë&#x2026;¸ ěş í?źě&#x160;¤ ě?´ë &#x2021;ę˛&#x152; ë&#x2039;Źë?źě§&#x2018;ë&#x2039;&#x2C6;ë&#x2039;¤ ; After School Program ě&#x161;´ě&#x2DC; Homework and tutoring for school (reading, science, and math) STUDY AND ART: 죟 1í&#x161;&#x152; $200 STUDY ONLY: 죟 1í&#x161;&#x152; $120, 죟 2í&#x161;&#x152; $200 CREATIVE ART AND FOUNDATION: 죟 1í&#x161;&#x152; $140

미꾭ë&#x201A;´ ěľ&#x153;ë&#x152;&#x20AC;ęˇ&#x153;모 ě&#x2022;&#x201E;í&#x160;¸ 읨í&#x2026;&#x152;ě&#x160;¤í&#x160;¸ 2017-2018 Reflection Art Contest High School 미꾭ë&#x201A;´ ě &#x201E;체 1ě&#x153;&#x201E; : Ellis Chong Middle School 미꾭ë&#x201A;´ ě &#x201E;체 1ě&#x153;&#x201E; : Jocelyn Kim  

� �   � �

    #    Â    Â?Â? Â?#Â? Â   Â?

C


16

연예

연예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2018년 9월 13일 목요일

5

하나뿐인 내편 나혜미 에릭 아내→KBS 주말극 신데렐라 될까 그룹 신화 에릭의 아내인 나혜미 (사진)가 하나뿐인 내편으로 배 우로서의 활동에 시동을 걸었다 12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 리스 셀레나홀에서는 KBS2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제작발표 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정성효 드라마센터장과 홍석구 PD를 비 롯해 배우 최수종 유이 이장우 윤진이 나혜미 박성훈 정은우 가 참석했다 하나뿐인 내편은 28년 만에 나 타난 친부로 인해 인생이 꼬여버 린 한 여자와 정체를 숨겨야만 했 던 그녀의 아버지가 세상 단 하 나뿐인 내편을 만나며 삶의 희망 을 되찾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드 라마다 자부심 강한 KBS 주말극이라 는 점에서 그리고 드라마 왕 최 수종과 주말극 퀸 유이 군제대 후 돌아온 이장우의 복귀작이라 는 점에서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 았던 바 무엇보다 에릭의 아내로 주목을 받았던 나혜미의 배우 복 귀작이라는 점에서도 이목을 끌 었다 특히 KBS 주말극은 수많은 신 데렐라 스타를 탄생시킨 대표적

인 신인 등용문이기도 하다 이에 자신의 실력으로 당당히 비중 있 는 캐릭터를 거머쥔 나혜미가 하 나뿐인 내편을 통해 인생작을 경 신 배우로서 성장할 수 있을지에 도 기대가 모아지고 있는 상황 나혜미 또한 이날 제작발표회 에서 결혼 후 첫 복귀작이라 긴 장된다기 보다 KBS 주말극을 워 낙 많이 사랑해주셔서 걱정이 됐

다 다행히 저를 선택해 주셔서 감사한 마음으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 드라마에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혀 시선을 모았다 이 외에도 극 중 유이의 여동생 역을 맡은 나혜미는 (유이) 언니 가 워낙 밝고 착하고 털털해서 현 장에서 제게 장난을 많이 쳐준다 때로는 진짜 친언니 처럼 잘 챙겨 준다 츤데레 언니 같다 재밌게 잘 촬영하고 있다라며 유이와의 남다른 케미까지 예고해 본방송 을 궁금하게 만들었다 이에 하나뿐인 내편으로 배우 로서의 인생 2막을 시작한 나혜미 가 더 이상 에릭의 아내가 아닌 자신의 몫을 톡톡히 수행해내는 믿고 보는 배우로 거듭날 수 있 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지난 2001년 영화 수취인 불명으로 데뷔한 나혜미는 드라 마 MBC 거침없이 하이킥 오 버더 레인보우 KBS1 사랑은 노 래를 타고 등으로 얼굴을 알렸 다 특히 그는 지난해 7월 에릭과 12세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결혼 에 골인해 축하를 받았다 하나뿐인 내편은 오는 15일 저 녁 7시55분 첫 방송된다

한번이라도 더  故김인태 죽을 고비에도 놓치 못했던 연기 열정 원로배우 김인태(89사진)가 지 병으로 12일 별세했다 그동안 전립선암 파킨슨병 근무력증 등으로 장기간 투병하 다 이날 오전 경기도 용인시 기흥 구의 한 요양병원에서 세상을 떠 났다 현재 유족들은 빈소를 분당 서 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 중이 다 서라벌예술대학을 졸업한 김 인태는 지난 1954년부터 연극무 대에 주로 섰다 이후 드라마 객주 조선왕 조 500년 회천문 백범일지 돛배를 찾아서 욕망의 바 다 종이학 하나뿐인 당 신 무인시대 발리에서 생 긴 일 아일랜드 사랑은 기 적이 필요해 크리스마스에 눈 이 올까요?에 출연해왔다 또 스크린에서도 활약했는데 에미에서 단역을 시작으로 신석기 블루스 두근두근 내

인생 등에 출연해 짧지만 무시할 수 없는 존재감을 보여줬다 다수 의 작품에서 선 굵은 연기를 보여 준 것이다 김인태는 투병 중이던 2010년 연극무대에서 동료로 만나 인연 을 맺은 아내 백수련과 MBC 기 분 좋은 날에 동반 출연해 뇌졸 중으로 출연 중이던 드라마에서 하차한 사연 집안이 돌연 100억 원대 빚을 진 사연 등을 밝혀 안 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그는 당시 방송에서 제가 한 두 번이라도 더 할 수 있는 연기를 봐 주실 수 있는 여유를 가져주셨으 면 고맙겠다고 연기에 대한 열정 을 드러냈었다 아내 백수련은 1962년 연극배 우로 데뷔해 드라마 길로 브라 운관에 데뷔한 이후 1990년 드라 마 대추나무 사랑걸렸네에 출 연했지만 김인태가 탤런트 협회 회장으로 배우의 처우개선을 위

주말사용설명서 장윤주 요즘 취미는 열혈 소통 BJ? 주말사용설명서 장윤주가 장소 불문 흥이 폭발하는 흥윤주의 매력을 공개한다 오는 30일 오후 6시10분 tvN 새 예능 주말사용설명서가 첫 방송된다 주말사용설명서는 한 번쯤 꼭 따라하고 싶은 핫한 주 말 계획을 제안하는 tvN의 새 주 말 예능 프로그램이다 개그우먼 김숙 배우 라미란 모델 장윤주 배우 이세영 등 제 대로 놀 줄 아는 4인이 뭉쳐 꿀 같 은 주말을 그냥 보내고 싶지 않은 사람들을 위해 어머! 이건 꼭 해 야 해라며 따라 해보고 싶은 주 말 200% 활용법을 제안한다 첫 방송에서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어디에서도 볼 수 없 었던 장윤주의 출구 없는 매력이 담겨 눈길을 끌고 있다 주말사 용설명서에서 장윤주를 드러내 는 3가지 키워드는 바로 톱모델; BJ 꿈나무 흥폭발이다 최

고의 워킹으로 그녀가 걷는 곳은 어디든 런웨이가 되고 카메라 앞 에서는 언제나 독보적인 포즈를 선보이며 시선을 강탈한다 특히 장윤주의 요즘 취미는 열 혈소통 BJ 따라잡기 제작진에 따르면 장윤주는 주말사용설명 서에서 카메라만 손에 쥐면 1인 방송을 시작해 보는 이의 침샘을 자극하는 먹방 흥겹게 노래를 부 르고 춤을 추며 음방 춤방까지도 완벽하게 소화하는 열정을 뽐내 고 있다고 또 다른 티저영상에서는 중독 성 강한 주사서 송(song)도 공개돼 웃음을 유발하고 있다 장 윤주가 보컬로 나선 이번 영상에 서는 어머어머 이건 이건 꼭 해 야 해 쑥이 라니 윤주 세영 신나게 놀자라는 단순한 가사와 리듬이 묘한 중독성을 자아내며 네 멤버들의 특별한 케미를 함께 전하고 있다

하늘해 친애하는 판사님께 OST 주자 합류 해 노력한 것이 원인이 돼 3년 뒤 작품에서 하차했다 이후 16년 동 안 드라마에 출연하지 못하였다 2010년부터 영화 아저씨 김 복남 살인 사건의 전말에 할매 역 으로 출연했으며 고양이 기생 령 터치 창수 만신 침입 자 코인라커 귀향 등 다양한 장르의 영화에 출연을 이어왔다 아들 김수현(49)도 배우이다 마을 한반도 등 드라마와 거 인 보호자 특수본 부당거 래 스페어 뚝방전설 짝패 주먹이 운다 피도 눈물도 없 이 행복한 장의사 등의 영화에 출연했다

싱어송라이터 하늘해가 SBS 친 애하는 판사님께 OST에 여섯 번째 주자로 참여해 그 시간을 기억해(사진)을 발표한다 친애하는 판사님께 OST Part 6 그 시간을 기억해는 하늘해가 작사 작곡한 곡으로 서정적인 어 쿠스틱 피아노 연주와 시작하여 밴드 사운드와 리얼 오케스트라 마지막 후렴의 코러스가 4분의 러 닝타임 동안 끊임없이 고조되는 팝 발라드 곡이다 여기에 명품 발라더 하늘해의 목소리가 더해 져 애절하면서도 따뜻한 목소리 를 만나볼 수 있다 이번 노래를 부른 하늘해는 청

춘의 시간을 노래한 미니앨범 스 물셋 그 오후 여행을 테마로 한 앨범 프로젝트 BLEND (블 렌드)를 통해 자신만의 모던록 사운드를 선보였던 싱어송라이터 이다

문의: 972. 242. 9944

텍사스 중앙일보 문화센터 강좌 수강생 모집 주최:

건강요가 / 꽃꽂이 / 라인댄스 / 브레이크댄스 문학교실 / 규방공예 / 민요.한국무용 줌바 에어로빅 / 퀄트초급 천연석 쥬얼리 / 생활소품가구 DIY 우크렐레 / 시민권 무료강좌 키보드 / 한솔사물놀이.북장단 (성인.어린이) 키즈 & 유스 쥬얼리 교실 / 노래교실 카메라 완전기초 / 성인 미술반 통기타 6개월 완성 / 생활과 수지침

후원: C


612연예 

2018년9월 9월13일 14일목요일 금요일 2018년

첫방 손 the guest 역대급 신기 있는 김동욱 살인사건 추적

OCN 손 the guest가 한국형 엑 소시즘 드라마의 진수를 뽐내며 역대급 1회를 완성했다 12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 OCN 수목 드라마 손 the guest 1회에서 어린 화평은 귀신을 보게 됐다 아빠(유승목 분)는 찝찝해 했지만 엄마는 그래도 앞으로 뭐 가 보이면 못 본 척해 엄마한테 만 얘기하고라며 아들을 다독거 렸다 마을 사람들은 별신굿을 벌였 다 무당이 제사하는 마을의 큰 굿으로 마을의 풍요와 만선을 위 해서였다 그런데 화평의 삼촌이 귀신에 씌이고 말았다 삼촌은 화 평의 할아버지를 칼로 찔렀고 자 신의 눈도 찔렀다 이 사건으로 화평은 의식을 잃 고 쓰러졌고 오른쪽 눈도 잘 안 보 이게 됐다 정신을 차린 화평은 엄마와 할머니에게 말하면 안 된 대 안 그러면 다 죽인대라며 귀 신의 이야기를 전했다 늦은 밤 화평은 귀신에 씌여 바 다로 나갔다 그를 구하려다가 엄 마와 할머니 역시 목숨을 잃었다 남은 가족들은 화평을 구하기 위 해 또다시 굿판을 벌였고 영매(이 용녀 분)는 돼지의 살과 피를 뜯 으며 주술을 외웠다 하지만 귀신 들린 화평은 강했 다 영매는 피를 토했고 화평을 보며 저 놈을 죽여야해 저 놈이 큰 귀신이다 작은 귀신들을 부려 서 나약한 사람들에게 귀신을 씌 우게 해 큰 귀신이 씐 저 놈을 죽 여야 해라고 소리쳤다 쓰러진 화평을 위해 구마사제 (안내상 분)가 왔다 그는 빙의가 아니다 성경과 십자가에도 반응 이 없다고 돌아섰다 그런데 화평

을 만난 부제 역시 귀신이 들렸다 그는 집에 가서 자신이 원망했던 아빠와 엄마를 때려죽였다 화평은 원흉이라며 자신의 목 을 조르는 아빠를 피해 도망쳤다 길로 뛰쳐나간 그는 멍하니 서서 어딘가를 응시했다 그곳이 바로 부제의 집 지나가던 형사(박효 주 분)는 화평이 가리키는 곳으로

들어갔다 부제는 어린 동생이 침대 밑에 숨어 있자 엄마 아빠처럼 죽이려 고 들었다 형사는 촉을 발동해 부제의 집을 뒤져고 숨어 있던 아 이를 도망치게 했다 그러나 이 일로 부제는 형사까지 죽이고 말 았다 시간이 흘러 2018년이 됐다 화 평은 택시운전사가 됐고 죽은 엄 마를 그리워했다 제사상을 차려 놓은 그는 그 때처럼 죽은 사람 보게 됐으면 좋겠다 엄마 한 번 보게라며 씁쓸해했다 화평은 낙막저수지 살인사건 현장에서 시체를 목격했다 형사 가 된 길영(정은채 분)은 화평을 조사했다 화평은 제가 이상한 응력이 있 다 갑자기 뭐가 보인다 어렸을 때부터 그랬다 새벽에 자는데 범 인이 배수로에 시체를 버리는 게 보였다고 말했다 칼에 찔려 사망한 시체에는 바 닷물이 나왔다 유력한 용의자는 뇌를 다쳐 거동이 불편한 회사 동 료 앞서 그를 찾아갔던 화평은 아내에게 남편이 이상해지면 연 락해 달라고 부탁한 바 남자 역시 귀신이 들린 이유에 서다 그는 휠체어에서 일어나 온 몸을 꺾더니 아내에게 다 죽자 왜 그놈한테 연락하려고?라고 싸 늘하게 말했다 이를 미리 감지한 화평은 남자의 집으로 달려갔다 길영도 사건조사 차 먼저 와 있 었고 두 사람은 조심스럽게 집으 로 들어섰다 집안은 피투성이였 고 남자의 아내는 사망한 채 발견 됐다 귀신 들린 남자는 집 밖에 서 화평과 길영을 보며 또다시 혼 잣말을 중얼거렸다

아메리카 갓 탤런트 출격을 하 루 앞두고 해외 스타들과 방탄소 년단의 인증샷이 공개됐다 방탄소년단은 12일 오후 NBC 인기 오디션 프로그램 아메리카 갓 탤런트(Americas Got Talent)에 출연해 축하 무대를 꾸민다 이를 하루 앞두고 아메리카 갓 탤런트 측과 출연자들은 방탄소 년단과 함께 찍은 사진 등을 게재 하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심사위원 하이디 클룸은 자신 의 SNS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내일 밤 아메리카 갓 탤런트 에 출연한다 정말 신난다는 글과 함께 멤버들과 함께 셀카 를 찍고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 을 게재했다 진행자 타이라 뱅크스는 방탄 소년단과 IDOL 댄스를 함께 추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게재했 다 앞서 타이라 뱅크스는 방탄소 년단의 출연이 알려지자 나의 슈 퍼스타 방탄소년단이 다음주 수 요일 밤에 아갓탤에서 공연한 다!고 팬심을 드러내기도 '아메리카 갓 탤런트'는 지난

2006년 처음 시작된 미국 내 인기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최고의 재 능을 지닌 인물을 선정하는 초대 형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현재 13 번째 시즌이 진행될 정도로 미국 전국민의 사랑을 받는 프로그램 이다 방탄소년단은 아메리카 갓 탤 런트의 초대를 받아 축하 무대를 꾸몄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달 잠 실 주경기장 콘서트를 시작으로 월드 투어 콘서트 러브 유어셀프 를 서막을 올렸다 이들은 내달 K팝 가수 최초 스 타디움 콘서트를 진행하며 글로 벌 인기를 입증할 예정이다

나보내게 됐다 하나는 MBC 무 한도전이고 또 하나는 KBS2 해피투게더3 2006년 5월 첫 방송된 무한도 전은 MBC 간판 예능이자 리얼 버라이어티 시초로 국민적인 사 랑을 받았다 박명수는 이 프로그 램을 통해 MBC 연예대상 대상 을 수상하는 등 예능인으로 최고

의 정점을 찍었다 그러나 지난 3 월 31일 아쉬움 속에서 방송 12 년 만에 종영됐다 박명수는 무한도전 종영 6개 월 뒤 해피투게더3에서도 하차 를 결정했다 해피투게더3는 전 형화된 코너와 시청률 고전 등 종 편과 케이블에 밀려 부진을 겪었 고 개편의 대상이 되면서 일부 출연자들이 하차하게 된 것이다 박명수는 올해 데뷔 25년 만에 처음으로 EBS 채널에 진출해 조 식포함 아파트에 출연했고 종편 TV조선 아내의 맛 MC를 맡아 출연 중이다 또 케이블 Mnet

방문교사에 캐스팅 됐고 케이 블 tvN 짠내투어는 지난해 첫 선을 보인 이래 인기 프로그램으 로 자리를 잡았다 그러나 박명수하면 떠올랐던 대표적인 예능 프로그램이 종영 되고 해당 방송에서 하차했다는 것은 분명 의미하는 바가 있다 무엇보다 그 프로그램이 MBC KBS 등 지상파라면 더더 욱 그렇다 자연스럽게 케이블 종편 등으 로 눈을 돌린 박명수에게 이번이 기회가 될 것인지 아니면 위기가 될 것인지 좀 더 지켜볼 일이다

박명수 무도 종영→해투3 하차 좁아진 지상파 입지 박명수가 지난 3월 무한도전 종 영에 이어 11년 간 출연했던 해피 투게더3에서도 하차하게 됐다 전체적인 활동이 부진하다고는 볼 수 없지만 지상파에서 그의 활약 은 점차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해피투게더3 측 관계자는 12 일 OSEN에 11년 만에 해피투 게더 시즌4 기획을 논의하고 있 으며 개편 시기는 미정이다 이

번에 MC 박명수와 함께 엄현경 도 하차하기로 결정됐다며 공식 입장을 밝혔다 현재 제작진은 해피투게더 시 즌4를 다각도로 구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출연자부터 코너 콘셉 트까지 여러 방면으로 논의 중이 라고 다만 시즌4에서도 MC 유 재석만큼은 그대로 유지되는 것 으로 알려졌다 특히 박명수는 올해 자신을 대 표하는 두 개의 굵직한 예능을 떠

방탄소년단 아메리카 갓탤런트 출격 하이디 클룸타이라 뱅크스와 인증샷

C


26 여행

여행 2018년 9월 12일 수요일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7

민권운동의 상징 로자 파크스를 만나다

로자 파크스 박물관 (Rosa Parks Museum) 앨라배마 주도 몽고메리는 주 청 사 법원 대학 박물관이 몰려있 는 도시다 행정 문화 역사의 중심지라 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 미국 생산 공장이 있어 산업도 발 전하고 있다 미국에서 판매되는 쏘나타 아반떼 싼타페는 몽고 메리 공장에서 생산된다 현대자 동차의 경제적 기여 때문인지 몽 고메리 주민들은 한국인에 우호 적이다 몽고메리 도심 서쪽 트로이 대 학교 캠퍼스에 로자 파크스 박물 관이 있다 1950년대 앨리배마주 몽고메리를 비롯한 미국 남부 전 역에서는 인종차별성 흑백 분리 정책이 시행되고 있었다 기차 학교 병원 음식점 호텔 미장 원 극장 심지어는 교회와 묘지 마저 흑인용과 백인용이 따로 있 었다 물론 시내버스에도 백인용 좌 석과 흑인용 좌석이 따로였다 1955년 12월 1일 앨라배마주 몽 고메리에 살던 흑인 여성 로자 파 크스는 몽고메리 시내 백화점에 서 일을 마치고 집으로 가는 버스 에 올랐다 버스 앞 네 줄은 백인 전용이었다 로자는 유색인종 전 용석에 앉아있었다 버스에 백인 들이 많이 타자 버스기사가 로자 파크스와 흑인 승객들에게 자리 를 양보하라고 말했다 세 명의 흑인 승객은 뒤로 이동했지만 로 자는 거부했다 버스기사는 경찰을 불렀고 로 자는 흑백 분리에 관한 몽고메리 시 조례 위반 혐의로 현장에서 체 포됐다 경찰 조사를 받고 풀려난 그녀는 전미유색인종지위향상협 회(NAACP)의 도움을 받아 버 스 보이콧 운동을 시작했다 유인 물 3만 5000여 장이 몽고메리 전

로자 파크스 박물관 입장료는 14달러다 내부에는 사진자료가 대부분을 차지한다 사진은 당시의 모습을 보여주는 자료

역에 배포됐다 흑인 교회들도 버 스 보이콧 운동에 동참했다 로자 파크스는 버스에서 흑인이 평등 하게 존중받을 것 흑인 운전기사 를 고용할 것 먼저 탄 순서대로 버스 중간 좌석에 앉을 수 있게 할 것 등을 요구했다 흑인들은 버스 를 타지 않고 직장까지 걸어다녔 으며 버스는 대부분의 좌석이 텅 텅 빈 채로 운행됐다 교회와 인권운동 단체를 중심 으로 몽고메리 발전협회가 결성 됐다 26살의 목사가 회장으로 추 대됐는데 그가 바로 흑인민권운 동의 상징적 인물 마틴 루터 킹 목 사였다 이후 흑인들은 킹 목사의 주도아래 조직적으로 버스 보이

콧 운동을 전개해 나갔다 앨라배마주는 로자 파크스를 불법 보이콧 운동을 한다는 혐의 로 기소했고 법정은 그녀에게 10 달러의 벌금과 4달러의 법정 비용 을 내라고 판결했다 1955년 일리 노이에서 개점한 맥도널드 햄버 거가 15센트였다 14달러 벌금은 지나치게 무거웠다 판결은 흑인들을 더욱 분노하 게 해 버스 보이콧 운동은 커져만 갔다 5만에 달하는 흑인들이 버 스 보이콧에 동참했다 앨라배마 주는 이런 사태에 당황했고 버스 보이콧 운동을 주도하는 킹 목사 등을 체포하고 참가자들을 탄압 하며 강경하게 나섰다 로자 파크

앨라배마 주도 몽고메리는 주청사 법원 대학 박물관 등이 있는 도시다

스와 남편은 보이콧 운동을 주도 한다는 이유로 직장에서 해고됐 고 참가자들도 해고되거나 해고 위협을 받았다 심지어 카풀로 운 동에 참여하던 흑인들의 자가용 면허를 말소하거나 자동차 보험 을 취소하는 등 온갖 불이익을 주 기도 했다 그러나 흑인들은 포기하지 않 았고 버스 보이콧 운동이 TV전파 를 타고 전 미국에 전해졌다 몽 고메리의 버스회사들은 무려 65%에 달하는 손실을 입었다 NAACP와 흑인 민권운동가들 은 연방대법원에 버스에서 흑백 분리에 대한 위헌심판을 청구하 기에 이르렀고 결국 1956년 연방

대법원은 버스에서 흑백 분리는 위헌이라는 판결을 내렸다 결 국 앨라배마주는 백기를 들기에 이르렀다 버스 보이콧 운동이 시작된 지 385일 후 흑백좌석 분리제는 폐지 됐다 몽고메리 버스 보이콧 운동 은 흑인민권운동의 방아쇠를 당 긴 사건이었고 킹 목사의 등장으 로 흑인민권운동이 본격적으로 불붙기 시작했다 1955년 12월 1일 로자 파크스 여사가 버스를 탔던 정류장 근처 에는 로자 파크스를 기리고 버스 보이콧 운동과 흑인민권운동을 소개하는 로자 파크스 박물관이 들어서있다

로자 파크스 박물관은 버스 보이콧 운동과 흑인민권운동 역사를 자세히 소개하고 있다

C


8

전면광고

2018년 9월 14일 금요일

브레이커스BBQ 성공신화 이제 함께 합시다 5년 안 50호점 오픈, 2023년 주식 상장 예정 투자자 및 매니지먼트, 파트너 모집 “브레이커스BBQ 경영 마인드, 성공경험, 체계화된 시스템 모두 함께 공유하는 성공 네트워크 구축” “성공의 큰 힘은 우리들의 협력과 투자로 이뤄낼 수 있습니다”

문의

l

757-990-2030

l

469-785-9283 C

09/14/18 (Fri) _ Korea Daily Texas _ Houston  
09/14/18 (Fri) _ Korea Daily Texas _ Hous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