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e 1

캐롤톤지점 972. 525. 2200/달라스지점 214. 617. 5555

COPYRIGHT 2018

Tel: (달라스) 972-242-9200 dallas@koreadailytx.com

Wednesday, May 16, 2018 A

가족과 함께여서 더욱더 행복하고 풍성했던 그림 그리기 대회 제4회 H마트 & 중앙일보 & DKnet 어린이 그림 그리기 대회 개최 따뜻한 봄,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그리는 가족 축제 한마당 수상자 발표 6월 15일까지 개별통지, 시상식은 6월 16일(토) 예정 H마트와 중앙일보와 DKnet가 가정의 달을 맞아 공동주최한 제4회 어린이 그림 그리기 대회가 지난 12일 Josey Ranch Park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올해는 720여명이 어린이들이 이번 대회에 참가 하는 등 해를 거듭할수록 참가 어린이 수가 증가해 명실공히 달라스 최대 행사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대회 주제는 ‘Happy Sweet Family’로 참가 어린이들은 가족들과 함께 했 었던 행복한 기억들을 떠올리며 그림 그리 기에 열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참가 어린이 와 함께 대회장을 찾은 부모님들도 봄소풍

재료부터 다른 건강한 베이커리

을 나온 듯 함께 즐기는 풍경이 곳곳에서 펼쳐졌다. 그림 그리기 대회가 펼쳐진 Josey Ranch Park는 다양한 행사로 인해 웃음꽃이 가득 피었다. 페이스 페인팅, 풍성아트, 비눗방울 쇼와 같은 어린이들이 직접 보고 참여할 수 있는 이벤트와 더불어 부모님과 함께 참여 하는 다양한 가족 대항 게임과 레크리에이 션 등 온 가족이 함께 참여하며 행복한 추억 쌓기에 여념이 없었다. 대회에 참여한 한 초등학생 어린이는 “신 나고 너무 재밌다. 엄마 아빠와 같이 나와 서 재밌는 게임도 하고, 선물도 타니깐 기분

이 너무 좋다”고 행복한 웃음과 함께 신나 는 기분을 전했다. 또 한 학부모는 “매일 집안에만 있다가 화 창한 날, 온 가족이 함께 나와 같이 즐길 수 있는 행사가 있어 너무 감사하다. 아이가 친 구들과 같이 뛰어 놀며 행복해 하는 모습에 참 흐믓했다”는 소감을 전했다. H마튼 관계자는 “올해도 어린이 그림 그 리기 대회를 통해 달라스 어린이들과 청소 년들의 창의적 사고와 미적 감각을 키워주 는 미술 교육의 장이 마련했다”며 “많은 어 린이들과 부모님들이 행복하게 대회를 즐기 고 좋은 기억으로 간직했으면 좋겠다”는 대

회 주최 소감을 밝혔다. 대회 수상자 발표는 6월 15일까지 수상자 에 한 해 접수 시 등록한 이메일로 개별 통 지되며 시상식은 6월 16일 토요일 개최 예 정이다. 시상은 유치부, 초등부, 중등부 3부문으로 나누어 진행된다. 이번 대회는 $1,000 장학 금 및 특별 트로피와 상장이 주어지는 대상 (1명/전체)과 1등(1명/부문), 2등(2명/부문), 3등(3명/부문), 장려상(50명/전체) 수상자 69 명에게 행운이 돌아가며, 총 $5,500 상당의 상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텍사스 중앙일보 특별취재팀

최유석 내과 미국 내과 보드 전문의

전인적 치유 (Holistic Medicine)를 목표로 소통과 공감의 의료를 펼치겠습니다

전화예약: 844. 968. 2464 인터넷예약: youchoimd.net 페이스북/카카오톡:

youchoimd

월-금: 8am-5pm / 토: 9am-1pm

3420 K Ave. Ste 305, Plano, TX 75074

A


2 2

종합 북한 비핵화

2018년 5월5월 14일 월요일 2018년 16일 수요일

북한 언론인 풍계리에 초청  검증할 핵전문가는 빠졌다 비핵화 진정성 보여줄 첫 시험대 한미중러영 기자 현장에 불러 청와대가 전했던 전문가는 제외 북 사찰 가능 여부도 언급 안해 증거인멸쇼에 들러리만 설 수도

북한이 12일 풍계리 핵실험장 폭 발폐쇄 현장(23~25일)에 한국 과 미국 등 언론인을 초청하겠다 고 밝혔지만 전문가는 초청 대상 에서 빠졌다 국제원자력기구 (IAEA)나 포괄적핵실험금지기 구(CTBTO)와 같은 국제기구도

 

음력 3월 29일

일출 AM 552 일몰 PM 7:48 LA 날씨

14일(월)

72~52

15일(화) 74~51 전자신문으로

편리하게71~51 16일(수) 신문을 읽으세요!

17일(목)

73~53

18일(금)

74~54

도 공개 등 실질적인 사찰 활동이 가능한지에 대한 언급도 전혀 없 다 전문가들은 핵실험 뒤 지하 터널에 남은 플루토늄이나 우라 늄 등 핵 물질 시료를 채취하면 현 재 남아 있는 재고량을 추정할 수 있다고 한다 익명을 원한 한 핵 과학자는 앞으로 이어질 사찰 과 정을 통해 1~6차 핵실험 과정에 서 플루토늄이나 우라늄을 얼마 나 사용했는지 알아야 남아 있는 양도 짐작할 수 있다 또 북한이 고농축우라늄탄을 사용했는데도 플루토늄탄을 사용했다고 주장할 수 있지 않느냐며 이러한 의혹 을 해소하기 위해선 실험장의 폐 쇄보다 정확한 검증이 먼저라고 주장했다 6자회담 수석대표를 지낸 천영 우 한반도미래포럼 이사장은 핵 실험장은 여러 가지 증거를 수집 할 수 있는 현장인데 언론인만 초 청해 그냥 폐쇄하겠다는 것은 증 거인멸 쇼에 들러리만 보내 달라 는 의미라고 지적했다 또 올리 헤이노넨 전 IAEA 사 무차장은 최근 외신 인터뷰에서 콘크리트로 갱도들을 완전히 메 워 잔여 핵물질에 대한 접근까지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단순 폭파로 갱도 입구만 막는다면 다 시 활용할 여지가 있기 때문이다 2008년 영변 냉각탑 폭파 당시 에는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해 머리 를 맞댔던 6자회담 참가국 언론사

가 현장을 취재했다 그러나 이번 엔 한국미국중국러시아영국 언론으로 한정했다 2008년과 달 리 영국이 들어가고 일본이 빠지 면서 재팬 패싱이란 얘기가 나 오고 있다 영국은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이자 핵보유국으로 북한과 외교관 계도 맺고 있다 유엔 제재를 풀 기 위해선 안보리 상임이사국의

역할이 중요하고 경제가 개방되 면 유럽 국가와의 관계가 중요하 다는 판단이 반영된 것이라는 해 석이 나온다 일본이 빠진 것은 그 동안 완전한 비핵화(CVID) 해 법을 강조하며 최대한의 압박을 이어온 데 대한 반감일 수도 있지 만 중장기적으로는 북일 정상회 담을 두고 기선제압용일 수 있다 박유미 기자 는 관측도 나온다

다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북한이 오 는 23~25일 풍계리 핵실험장을 폐쇄하겠다고 공식 발표한 것에 대해서도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 원장이 정상 간 합의를 하는 데 있 어 좋은 첫 조치라고 평가했다 그는 비핵화 방식과 관련 북한 의 단계적동시적 해법에 대해 우리는 그것이 과거에 실패한 것 을 목격했다며 반대 입장을 분명 히 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나는 김 위원 장이 (과거와는) 달라야 한다는

사실을 이해하고 있다고 생각한 다며 만약 우리가 역사적인 성 과를 달성한다면 양측은 (조치 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주 평양 을 다시 방문해 김 위원장과 2차 회담을 하고 미국인 억류자 3명 을 데리고 귀환했다 한편 북한은 12일 밤 외무성 공보(公報)에서 함북 풍계리의 핵실험장 폐쇄 계획을 공개했다 외무성은 오는 23~25일 중 기 상을 고려해 북부시험장을 폐기 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 분석

인근지역 날씨 노스리지

72~52

샌타모니카

62~54

라크레센타

66~52

풀러턴

언급하지 않았다 풍계리 핵실험 장 폐쇄는 북한의 비핵화 진정성 을 보여주는 첫 이벤트라 할 수 있 지만 전문가가 빠질 경우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당초 전문가 초청은 청와대가 언급해온 사안이다 윤영찬 국민 소통수석은 지난달 29일 김 위원 장은 북부(풍계리) 핵실험장 폐 쇄를 5월 중에 실행할 것이라 말 했다며 이를 국제사회에 투명 하게 공개하기 위해 한미 전문가 와 언론인을 북으로 초청하겠다 고 했다고 전했다 문재인 대통 령도 지난 1일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과 통화에서 폐쇄 현장에 유엔이 함께해 폐기를 확 인해줬으면 좋겠다고 제안했다 그러나 북한 외무성 공보는 국내 언론기관들은 물론 국제기 자단의 현지 취재활동을 허용할 용의가 있다고만 했다 취재활 동과 관련한 교통숙소기자센터 마련 등 구체적인 편의 조치까지 발표했다 그런데도 공보 내용만 보면 전문가 참석은 배제된 상태 다 김 위원장이 한미 전문가를 북으로 초청하겠다고 했다고 청 와대가 소개한 만큼 결과적으로 북한이 약속을 어긴 셈이 됐다 이에 대해 청와대 관계자는 북한 이 여러 가지를 고려했을 텐데 최 종적으로 어떻게 결정될지는 모 르겠다며 여지를 남겼다 북한의 발표만 보면 사전에 갱

(972)242-9200

북한 경제번영 지원 구체화 전문가 풍계리 폐쇄 선제조치

72~55

미국의 경제지원 염두에 둔 듯 어바인

70~55

다이아몬드바

72~52

리버사이드

75~52

토런스

67~56

샌디에이고

66~58

빅토빌

75~55

972-242-9944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13일 북한이 핵 프로그램을 완전 폐기하면 미국의 민간투자가 허용 될 것이라고 말한 것은 북한이 완 전하고 검증 가능한 비핵화를 이 행한다면 미국 민간자본의 대북 직접 투자를 허용하겠다는 것으

로 북한에 대한 경제적 번영 지 원 약속을 더욱 구체화한 것이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미국이 원 하는 대로 북한이 비핵화를 이행 한다면 북한 정권 교체를 추구하 지 않겠다는 점도 재차 강조했다 그는 우리는 확실하게 안전 보 장을 제공해야 할 것이라며 우 리가 바라는 것은 김 위원장이 전 략적인 변화를 원하는 것이며 트 럼프 대통령은 도울 준비가 돼 있

페이스북에서 ‘텍사스 중앙일보’를 검색하시면 보다 많은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채동배 변호사 달라스 판사 경력 13년, 전 서울대학교 법대교수

채연원 컨설팅 한인 경제활동에 관한 연구와 컨설팅 부동산, 증권, 금융투자에 관한 컨설팅 빌딩, 상가, 사업체 매매에 관한 컨설팅 회사의 창업과 경영전반에 관한 컨설팅

교통사고 / 직장상해 사업체 설립 / 매매 계약 입양 / 이혼 / 유언 / 상속 민사 재판/ 형사 재판 취업 이민, 가족 초청 영주권 단기, 장기의 모든 이민 케이스

972.484.5580

2828 Forest Lane #1107, Dallas, TX 75234

972.484.5583 A


12

종합

미국뉴스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2018년 5월 15일 화요일

3

예루살렘에 미 대사관 옮긴 날  피로 물든 팔레스타인 이스라엘군 시위대에 총격 50여명 숨지고 2000여명 부상 2014년 이후 최악 유혈 사태 이스라엘 건국 70주년 기념일인 14일(현지시간) 미국 정부가 이 스라엘 주재 대사관을 텔아비브 에서 예루살렘으로 옮겨 개관했 지만 최악의 유혈 사태로 번졌다 팔레스타인은 이날을 분노의 날로 정하고 가자지구 접경지역 등에서 3만5000명이 모여 대규모 반대 시위를 벌였다 워싱턴포스 트에 따르면 이스라엘군이 시위 대에 총격을 가해 14세 소년을 포 함해 현지시간 오후 8시 현재 팔 레스타인 주민 최소 52명이 숨지 고 2400명이 다쳤다 UN주재 팔 레스타인 대사는 사망자에 아동 8 명도 포함됐다고 전했다 이스라엘군은 가자지구 무장정 파 하마스의 군 기지 등에 공습도 가했다 2014년 가자지구 접경지 에서 양측 간 갈등이 시작된 이후 사상자가 가장 많이 나온 날이라 고 주요 언론들은 전했다 팔레스타인은 지난 3월 30일부 터 가자지구에서 위대한 귀환 행 진이라고 이름 붙인 시위를 벌이 고 있다 한 달 반 동안 팔레스타 인 주민 40여 명이 숨지고 2000명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장녀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보좌관이 14일 예루살렘 미국 대사관 개관식에 참석해 대사관 현판을 제막한 뒤 기뻐하고 있다(왼쪽) 14일(현지시간) 팔레스 타인 가자지구에서 대규모 반이스라엘 시위가 벌어진 가운데 팔레스타인 시위대가 이스라엘군이 쏜 최루가스를 피해 달아나고 있다

이상이 부상을 입었는데 이날 하 루에만 이를 넘어서는 사상자가 나왔다 팔레스타인 측은 끔직 한 학살을 중단하라고 이스라엘 을 비난했고 유엔 인종차별철폐 위원회도 이스라엘이 과도한 무 력을 사용해선 안 된다며 독립적 인 조사를 촉구했다 예루살렘 남부 아르노나 지역 에 있던 미 영사관을 대사관으로 바꾼 이날 개관식에는 도널드 트 럼프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 프 백악관 보좌관과 맏사위 재러

드 쿠슈너 백악관 선임보좌관 스 티븐 므누신 재무장관 등 800여 명이 참석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참석하지 않았지만 영상을 통해 축하했다 그는 트위터에 이스 라엘에 엄청난 날! 축하한다고 올리며 개관식이 폭스뉴스에서 생중계 된다는 소식을 전했다 이 자리에서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트럼프 대통령 이 역사를 만들었다며 예루살 렘은 이스라엘의 영원하고 분할 되지 않는 수도라고 화답했다

북이란 핵폐기 관심 쏠린 사이 조용히 핵전력 증강하는 미국 차세대 핵무기 부품 개발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본격적 으로 핵전력 증강에 나섰다고 뉴 욕타임스가 14일 보도했다 국방부와 에너지부는 지난 10 일 저녁 사우스캐롤라이나주의 사바나 리버 원자력연구단지에서 차세대 핵무기의 핵심부품을 개 발하는 계획을 공개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트윗으로 6월 12일 싱 가포르 북미정상회담 개최를 예 고한 당일이다 이란핵협정 파기를 선언하고 북한의 비핵화를 압박하는 트럼 프 대통령의 파격적인 외교 행보 에 스포트라이트가 집중된 상황 에서 상대적으로 조용히 핵무기 증강이 진행된 셈이다 사바나 리버 핵시설에서는 노 후화한 핵무기를 차세대 핵무기 로 전환하는 작업이 진행될 예정 이다 특히 핏(pit)으로 불리는

핵심 부품이 생산될 것으로 알려 졌다 핵탄두 내부에 장착되는 핏은 자몽 크기에 불과하지만 폭 발력은 히로시마 원자폭탄의 1000배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 졌다 미국 정부는 매년 80개의 핏을 생산한다는 방침인데 사바나 리 버 핵 단지에서 50개 핵무기 연 구의 산실인 로스앨러모스 국립 연구소에서 30개를 각각 만들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별도로 하원 군사위원회 산하 전략군 소위원회는 지난주 잠수함 발사 저강도 핵무기를 개 발하는 계획을 승인했다 저강도 핵무기는 폭발 위력을 낮춰 타격 범위와 인명 피해를 최소화한 실 전형 핵무기를 말한다 공화당 마이크 로저스 소위원 장은 이번 결정은 러시아의 새로 운 군비경쟁에 대응하기 위한 것 이라고 밝혔다

미국의 대사관 이전에 이스라 엘은 축제 분위기다 트럼프 대 통령이 이스라엘을 위대하게 만 들었다는 플래카드가 버스에까 지 내걸리고 이스라엘 프로축구 팀 베이타르 예루살렘은 구단 명칭을 베이타르 트럼프 예루살 렘으로 바꿨다 전날 열린 전야제에서 네타냐후 총리는 다른 나라도 예루살렘으 로 대사관을 이전해 달라고 요청 했다 하지만 이스라엘에 대사관 을 두고 있는 86개국 중 개관식 초

[AP]

청에 응한 것은 33개국이라고 로이 터는 전했다 가자지구를 통치하는 무장정파 하마스의 지도자 예히야 신와르는 순교자 100만 명을 보내겠다며 반발하고 있다 트럼프 정부의 대사관 이전 결정은 예루살렘을 어느 국가에 속하지 않는 도시로 규정한 유엔 결의안과 배치된 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분 쟁의 해결을 위해 국제사회가 추 구해 온 2국가 해법도 타격을 김성탁 기자 받게 됐다

멜라니아 신장 수술 받고 이번 주 입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부인 멜라 니아(48사진) 여사가 14일 신장 질환으로 수술을 받고 이번 주까 지 병원에 입원해 있을 예정이라 고 CNN방송이 보도했다 멜라니아 여사 대변인 스테파 니 그리셤은 이날 오늘 아침 멜 라니아 여사가 월터리드 군병원 에서 양성 신장 질환으로 색전술 을 받았다며 수술은 성공적으 로 끝났고 수술 후 합병증도 생기 지 않았다고 발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수술이 끝난

후 병원을 방문한 것 으로 알려 졌다 색전술은 신체의 특정 부분에 혈액 공급을 차단하는 것으로 CNN방 송의 의학전문기자 산제이 굽타 는 혈관이 몰려 있어 출혈이 우 려되는 경우가 있는데 그럴 경우 신장의 그쪽 부분으로 가는 혈류 를 막기 위해 혈색전을 택한다

고 설명했다 CNN은 멜라니아 여사가 1987 년 10월 유방절제술을 받은 낸시 레이건 당시 퍼스트레이디에 이 어 백악관에서 지내는 중 심각한 의료 절차를 밟은 두 번째 퍼스 트레이디라고 보도했다 멜라니아 여사는 지난 7일 아동 복지 캠페인을 발표하며 본격 활 동을 시작했으며 CNN이 실시해 여론조사에서 57%의 지지율을 보이며 국민들 사이에 인기가 계 신복례 기자 속 오르고 있다

자기타인 호프너 클럽 40 모델을 구입한 뒤 7년간 보유했다 이 기 간 비틀스는 스타덤에 올랐다 한

때 해리슨은 이 기타를 가장 환상 적인 기타라고 묘사할 정도로 애 정을 보였다 그러나 비틀스의 매 니저인 브라이언 엡스타인이 1966 년 독일 투어를 홍보하기 위해 기 타를 한 밴드 경연대회에 경품으 로 내놨고 대회 우승자인 밴드 싱 2 어 겸 기타리스트 프랭크 도스탈 이 기타를 차지해 지난해 세상을 COPYRIGHT 2018, KOREA DAILY TEXAS USA 떠날 때까지 이를 소유했다

조지 해리슨 첫 전자기타 약 30만 달러에 경매 출품 비틀스의 기타리스트였던 조지 해리슨의 첫 전자기타(사진)가 오는 19일 22만 파운드(약 30만 달러)의 가격에 경매 시장에 나온 다고 1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해리슨은 16세 때인 1959년 전

문의: 972. 242. 9944

텍사스 중앙일보 문화센터 강좌 수강생 모집 주최:

건강요가 / 꽃꽂이 / 라인댄스 / 브레이크댄스 문학교실 / 규방공예 / 민요.한국무용 줌바 에어로빅 / 퀄트초급 천연석 쥬얼리 / 생활소품가구 DIY 우크렐레 / 시민권 무료강좌 키보드 / 한솔사물놀이.북장단 (성인.어린이) 키즈 & 유스 쥬얼리 교실 / 노래교실 카메라 완전기초 / 성인 미술반 통기타 6개월 완성 / 생활과 수지침

후원: A


4

달라스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한인 정치력 신장, 한미연합회가 함께 돕는다”

May 2018

한미연합회 달라스지회, 매년 시민권 취득 관련 신청 봉사 개최 한미연합회 달라스지회(회장 전영 주)가 주최한 DFW지역 한인 대상 시민권 신청봉사가 지난 12일 토요 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개최됐다. 이날 한미연합회 시민권 신청 봉 사에는 총 40여명의 한인 동포들이 서류 신청 등의 도움을 받았고, 자 원봉사자로는 한미연합회 달라스지 회 회원을 포함 총 15명이 참여했다. 한미연합회 관계자는 “한인 2세 청 소년 자원봉사자들이 매년 함께 시 민권 신청 봉사에 동참해주는 것에 대해 매우 고무적으로 생각한다. 봉 사에 함께 함으로써 한인 정치력 신 장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는 기회가 되고, 또 앞으로 계속 행사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 같아 감사하게 생각 한다”며 한인 청소년 자원봉사자들 에게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이번 한미연합회 행사를 통해 시 민권 신청 도움을 받은 한 한인동포 는 “시민권 신청에 대해 막연하게 만 생각했었는데, 오늘 자원봉사자 들이 세심하게 신청을 도와주고 궁 금한 부분에 대해서도 친절하게 답 변을 해줘 큰 도움을 받았다”고 시 민권 신청 봉사에 만족감과 감사함

제 38주년 5.18 광주 민주화 운동 기념식 일시: 18일(금) 오전 11시 30분 장소: 달라스 한인문화센터 아트홀 문의: 972-241-4524 달라스 2018 통일! 골든벨 일시: 19일(토) 오후 3시 장소: 달라스 한인문화센터 아트홀 문의: 214-405-9490 / 972-241-4524 어빙 아시안 문화축제 일시: 20일(일) 오전 9시 장소: Lake Carolyn 문의: 817-494-8193 미주 한인 풀뿌리 대회 달라스 세미나 일시: 26일(토) 오후 3시 장소: 수라식당 대연회장 문의: 972-241-4524 달라스한인문학회 5월 문학카페

지난 12일 한미연합회 달라스지회에서 시민권 취득을 위한 신청 봉사를 진행했다.

일시: 27일(일) 오후 3시 30분

을 전했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한미연합회 달라스지회 전영주 회장은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저희 한미연합회에서 해마다 시민권 신청 봉사를 도와드 리는 이유는 한인분들이 미국 시민 으로서 투표도 참여하며 정치적 참

여를 높이고, 한인사회의 정치적 신 장을 위함이다”라고 시민권 신청 봉 사 취지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계속적으로 한인 정치력 신장 및 강화를 위해 한인 들의 시민권 취득이 필요하다 생각 하고 시민권 신청 봉사를 매년 이어

나갈 계획이다”며 “달라스에 거주하 는 한인동포들이 시민권 취득을 통 해 미국 주인으로서의 역할을 감당 함과 동시에 혜택도 잘 받으셨으면 좋겠다”는 바램을 전했다. 조훈호 기자

장소: 캐롤톤 H마트 열린문화센터 문의: 214-632-5313

*타운행사 접수를 받습니다. E-mail:dallas@koreadailytx.com

달라스 보현사, ‘부처님 오신 날’ 행사 개최 예정 오는 19일(토) 오후 6시, 불기2562년 석가탄신일 기념 불기2562년(서기 2018년) 부처님 오 신 날을 맞아 오는 19일(토) 달라스 보현사에서 봉축, 불공을 올리며 연 등을 밝히는 ‘석가탄신일’ 기념 행사 를 개최한다. 이날 오후 6시부터 행사 시작을 알 리는 타종과 함께 운영위원장 금선 스님의 사회로 법요식이 시작될 예 정이다. 법요식은 ^탄생불 아기 부처님을 꽃과 향수의 향기로운 청정수로 씻기 는 관불 의식 ^전통의식인 6법공양 의 불공과 발원문 합송 ^불자와 내 빈의 축사 및 선원장, 주지 스님의 법 문 시간 ^각종 시상식과 장학금 수 여식 ^저녁 공연과 차담의 시간 ^ 공연과 장기자랑 ^연등 점등식 등 순으로 진행된다. 이후 마지막으로는 보현사 인근

Abram Rd로 나가 석가모니를 정근 하며 찬탄하는 제등행렬을 하며 ‘석 가탄신일’ 행사의 대미를 장식할 예 정이다. 달라스 보현사 관계자는 “불교의 이상과 수행 목적인 대지혜, 대자비, 대자유와 평화를 다짐하는 부처님 오 신 날 축제의 장인 달라스 보현사로 많이 오셔서 함께 환희에 찬 축복을 누리길 바란다”고 달라스 한인동포들 에게 초청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달라스 보현사 불자들은 ‘부 처님 오신 날’ 행사를 홍보 및 초청 하기 위해 지난 12일 캐롤톤 H마트 정문 앞에서 정성껏 손수 제작한 ‘연 꽃’을 한인동포들에게 나눠주는 시간 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전화 972-238-8005로 하면 된 다. 텍사스 중앙일보

달라스 한국노인회 THE KOREAN SENIOR CITIZEN ASSOCIATION OF DALLS

오는 19일(토) 달라스 보현사에서 열리는 ‘부처님 오신 날’ 행사를 알리는 달라스 보현사 관계자들

노인회 5월 정기 월례회 공고

신록의 계절 5월이 되었습니다. 회원 여러분을 모시고 5월 월례회를 다음과 같이 개최하게 되었습니다. 5월은 가정의 달입니다. 보고 싶은 가족, 정든 사람들이 더욱 그리워지는 계절인 거 같습니다. 신년 인사를 드린 지 엊그제 같은데 벌써 금년도 반이 다 가고 있습니다. 세월이 무척 빠르게 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많이 참석하셔서 좋은 추억 만드시기 바랍니다. 특히 이번 달에는 H MART에서 1000불 상당의 상품권을 증정해 주셨습니다. 꼭 참석하셔서 하루를 즐기시고 상품권도 받아가시기 바랍니다.

2018년 5월 19일 (토) 11시 노인회관 9715 Brockbank Dr, Dallas, TX 75220

달라스한국노인회

Brockbank Dr

장소

Harry Hines Blvd

일시

Lombardy Ln

1. 이달 중식은 한미은행에서 제공하여 주시기로 하였습니다. 2. 특히 지점장님께서 참석하셔서 노인분들의 은행거래 시 주의하셔야 할 사항 등에 관하여 좋은 말씀이 있을 예정입니다. 3. 지난달 중식은 제일 은행에서 제공해 주셨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4. Medicare, Medicaid, Food Stamp 등 제반 서비스 업무는 연중무휴로 도와드리고 있으니 계속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5. 이번 달 저희 노인회에 관심을 갖고 도와주신 분은 다음과 같습니다.

4월 중

H MART (1000불 상당의 상품권) 한미은행 (1000불)

한국홈케어 유성 원장 (600불) 자동차 정비 Louis (300불)

박종만 님 (500불)

달라스 한국노인회 회장 김건사 214.769.6662 A


휴스턴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아메리칸제일은행(AFNB) 창립 20주년 축하행사 개최

5

May 2018

12일 Royal Sonesta호텔에서 고객 및 직원 초청 사은행사 성황리에 “은행 이용 고객에 감사. 직원 수고 에 감사를 표한다” 아메리칸제일은행(American First National Bank, 헨리우 이사 장)이 지난 12일(토) Royal Sonesta Houston 호텔에서 창립 20주년 기 념행사를 개최했다. 휴스턴의 전 직원을 비롯해 달라 스 등 타 도시 지점에서 근무하는 직원들도 참석한 가운데 성대하게 열린 이날 기념행사는 Bruce Chang 대표 겸 CEO가 “고객의 은행이용에 감사하고 은행의 발전을 위해 노력 하는 직원들의 수고에 감사한다”는 인사와 함께 시작됐다. 브루스 장 대표는 “AFNB의 20 주년을 돌아보면 1998년 5월에 출 발했던 우리 은행의 2018년 자산 (Assets)은 $1.5 billion, 디파짓액은 $1.29 billion, 은행의 대출(Loan)은 $1.25 Billion 등 은행의 자산이 1998 년의 $15 million에서 올해 2018년 $167 million으로 성장했다. 우리 은 행의 재정은 강력하고 굳건하다. 이 런 성과를 이뤄낼 수 있었던 것은 고객들과 여기 참석한 우리 직원들 의 열정 때문”이라며 감사인사를 표 했다. 헨리 우(Wen Lung Wu, 吳文龍) H AFNB 이사장도 “1998년 5월 18 일 은행이 창립된 후 지난 20년동안 의 발전은 이사회 멤버들, 강력하게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일시: 18일(금) 오후 7시 장소: 휴스턴한인회관 문의: 713-498-7843, 832-605-5088

향군아카데미 월례회 일시: 18일(금) 오후 5사 장소: VFW회관 문의: 832-428-3100

Global 6K for Water 일시: 19일(토) 오전 10시~오후12시 장소: Bear Creek Poineers Park

조명희씨를 비롯한 직원들이 보드멤버들과 같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문의: 832-643-2290

지지해준 고객들, 우리 직원들의 노 력이 그 기반이 됐다. 모두에게 감 사 드린다. 1998년에 Total Asset(자 산) $15million로 출발한 우리 은행 은 2018년에 $1.5 billion으로 성장했 으며 텍사스와 네바다, 캘리포니아 에 총 18개 지점을 갖고 있다”고 말 하고 “지난 20년의 세월은 매우 성 공적이었다. 지난 1998년 5월 18일에 38명의 직원들과 함께 AFNB를 시 작해서 1년안에 자산을 1억달러까지 증식하자는 목표로 열심히 일했고, 이 목표를 90일만에 달성했었다. 이 제 우리은행은 21년차를 시작하면서 20년동안의 경험을 토대로 해서 우 리의 비즈니스를 확장하고 고객들의 니드를 충족시키는 디지탈 플렛폼 등을 개발하고 고객만족을 위해 노

력하는 더 크고 더 좋은 은행을 만들겠다”는 약 속의 말을 하기도 했다. AFNB 은행에 대한 축 하인사를 한 알그린 연방 하원의원은 아메리칸제 일은행의 창립 20주년을 축하하는 특별국회표창 장(Certificate of Special Congressional Recog-

불기2562년 부처님 오신날 봉축행사 일시: 20일(일) 오전 11시 장소: 휴스턴 남선사 문의: 281-793-3076

*타운행사 접수를 받습니다. E-mail:houston@koreadailytx.com

헨리우 이사장에게 알그린 의원이 특별국회 표창을 전 nition)을 전달했다. 달했다. 이어 헨리 우 이사장 과 보드멤버들이 모두 참석한 가운 를 위로했다. 행사 막바지에는 인어로 분장한 데 아메리칸제일은행 창립 시부터 근무해온 한인동포인 융자담당 조 무용수들이 등장해 공연을 펼쳐 창 명희 부행장(Senior Vice President) 립 20주년을 맞는 아메리칸제일은행 을 비롯한 공로 직원들에게 트로피 과 직원들을 축하하는 순서도 가졌 와 부상을 수여하며 그동안의 노고 다.

이날 휴스턴 한인들이 다수 이용 하고 있는 AFNB 스프링브랜치 지 점에 근무하는 한인직원들과 한인고 객들도 함께 참석해 20주년을 맞는 아메리칸제일은행의 발전을 함께 축 하했다. 휴스턴 이덕용 기자

‘브니엘’ 선교단체 어버이날 맞이 스프링 브랜치 양로원 방문 고향의 봄 노래와 전통무용공연으로 한인어르신들 위안의 시간 가져 지난 11일(금) 한인어르신들이 가장 많이 있다고 알려져 있는 Spring Branch 양로원을 ‘브니엘’선교단 이 찾았다. 이날 어버이날 공연으 로 브니엘 선교단이 바이올린 연주 에 맞춰 찬양을 했으며 한국가곡인 ‘고향의 봄’을 부르자 한 한인 어 르신이 너무 슬프게 우시는 바람에 공연자들 모두 목이 메었다고 한다. 이어 브니엘 사역에서 전통무용 공연을 통해 위로를 주는 김미선(삼 색디딤)씨가 김신영 (동산교회 유 화청 목사 사모)사모와 함께 교방 부채춤을 선보였는데, 김신영 사모 의 경우 어버이날을 맞아 어르신들

에게 춤을 선사하려고 짧은 시간에 교방부채춤의 순서를 김미선씨로부 터 배웠다고 밝혔다. 브니엘 사역팀에 참가한 김미선 씨는 “찬양에 이어 가곡 ‘고향의 봄’을 부르자 할머니가 너무 슬피 우시는 바람에, 참가자들이 부모님 이 생각이 나서 잠시 숙연해졌다. 생활에 바쁘다 보니 자주 찾아 뵙 지 못한 아쉬움이 있었다. 주변에서 봉사에 참여할 수 있는 분들이 함 께 참여해주시면 더욱 감사하겠다” 고 말했다. 브니엘 선교단은 지난 2013년 유 화청 목사(동산연합감리교회 담임)

휴스턴 대한체육회

2018 휴스턴 한인장애인 돕기

를 중심으로 몇몇 교인들이 휴스 턴 지역의 요양원의 노인들을 대 상으로 선교사업을 시작했으며, 현 재 17개 교회가 참여하고 있다. 브 니엘은 지난해부터 50년이사의 선 교경험이 있는 2곳의 미국대형교 회(First Presbyterian Church in Downtown, Memorial Church of Christ)와 공동으로 한인2세들을 위 한 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 브니엘의 대표는 유화청 목사(동 산연합감리교회 담임), 강주한 목사 (비젼교회 담임)가 노숙자사역, 김 한국 목사(뉴라이프침례교회)가 음 악사역, 크라이스트 래리 목사(Me-

지난 11일 어버이날을 맞아 스프링브랜치 양로원을 방문한 브니엘 선교단이 공연을 펼치고 있는 모습

morial Church of Christ) 등 6명 의 미국 목사들이 설교사역을 담당 하고 있다. 브니엘 선교단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전화 847-630-7308 로 하면 된다. 휴스턴 이덕용 기자

자선골프대회

휴스턴대한체육회는 휴스턴골프협회와 함께 오는 6월 3일(일) 한인동포들의 따뜻한 마음을 함께 하고자 ‘2018 휴스턴한인장애인돕기 자선골프대회’를 개최합니다. 휴스턴 골프협회는 성공적인 대회를 위해 휴스턴대한체육회와 한인장애인부모회(DPA) 및 많은 골프회원들의 협조로 대회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골프동호인과 한인동포들의 ‘나눔 실천’에 부족함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좋은 취지로 나눔을 실천하는 대회인만큼 많은 골프동호인들이 협조와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 휴스턴 대한 체육회 회장 크리스 남 -

경기일정

일시: 2018년 6월 3일(일) 정오(오후 12시) [우천시 연기될 수 있음] 장소: Longwood Golf Club (13300 Longwood Trace Dr, Cypress, TX 77429)

경기운영

경기방법: USGA경기 적용(-3인정) 조편성: A조, B조, C조, 숙녀조 경기운영위원장: 남궁석희

시상식

한인회관: 식사와 함께 한인회관에서 시상식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참가신청

참가비: $100 참가대상: 모든 골프 동호인 (80명 선착순) 신청기한: 6월 2일 토요일까지 신청문의: 이한주 (T. 832.472.3743) 송철 (T. 832.455.1144)

대회장: 조성구

l

경기준비위원장: 김정연

주최: 휴스턴 대한체육회 주관: 휴스턴 골프협회. DPA(장애인부모협회)

휴스턴 대한체육회 A


6

어스틴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킬린 한국학교, 봄학기 종강식 가져

May 2018 어스틴 타운행사

김윤희 교장, 재외국민교육 발전 유공자 포상으로 부총리 표창장 수상

아시안 상공회 Ovation

킬린 한국학교가 지난 5일(토) 봄 학기 종강식을 가지고 학생들에게 우등상, 모범상 및 개근상을 수여 하며 한 학기를 마무리했다. 휴스턴 김형길 총영사는 종강식 에 맞춰 킬린 한국학교를 방문해 김윤희교장에게 부총리 표창장을 전수하고 학생과 교사진들을 격려 했다. 김형길 총영사는 “한국 세계화에 대한 설명은 이제 현실에서 볼 수 있다. 한국어를 배우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고 자신에게 매우 유 용한 일이며, 한국인으로서는 한국 인의 정체성을 확립할 수 있는 좋 은 기회이기에 이 기회를 잡은 여 러분께 축하하고 감사하다”고 격려 했다. 김윤희 교장은 “올해 더욱 의미 가 깊다. 유치반으로 등록해 12학년 으로 꾸준히 한국학교를 다닌 학생 들이 졸업하는 모습을 지켜 볼 수 있는 시간 이었다”고 밝히고 뜻 깊 은 날 멀리 휴스턴에서 축하를 위 해 킬린을 찾아준 김형길 총영사에 게 감사를 전했다. 김 교장은 “12학년 다섯 학생의 졸업장 수여식을 마지막으로 한 학

기가 끝나게 됨에 기쁨과 함께 아 쉬움이 남는다. 유치반 학생들로 입학해 고학년이 돼서는 학업과 더 불어 꾸준히 교내 봉사활동으로 후 배들의 모범을 보여준 이 학생들이 그 꿈을 반드시 이루기를 기한다” 고 종강식 소감을 전했다. 이 날 졸업식에는 우시윤, 이마 틴, 김진민, 정원지, 박세라, 엘렉서 스 헤밍웨이 학생이 한국학교 졸업 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킬린 한국학교는 “차세대들이 한 국어를 시작으로 역사와 문화 그리 고 아름다운 전통을 배우고 계승 해 나가는 뿌리 교육의 산실이다” 고 밝히고 정체성을 확고히 하고 수천년을 이어온 선조들의 지혜와 기개를 가르치고 배우는 소중한 장 소로 최선을 다하고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히며 이를 위해 물심양 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은 재외동 포 재단과 휴스턴 교육원 및 킬린 한마음회와 킬린 오마트 등 지역 업체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킬린 한국학교는 오는 8월 11일 (토) 2019 가을 및 봄학기 수업을 실시하며 이에 앞선 7월 27일(금), 28일(토) 그리고 8월 5일(일), 6일(

일시: 5월 18일(금) 오후 6시 장소: JW 메리엇 어스틴 문의: 512-407-8240 5.18민주화 운동 기념식 일시: 5월 19일(토) 오후 6시 30분 장소: 뷔페 팔라스 문의: 512-293-1343 소수 민족을 위한 비즈니스 포럼 일시: 5월 23일(수) 오후 1시 장소: 어스틴 아시안 리소스 센터 문의: 512-974-1700

*타운행사 접수를 받습니다. E-mail:austin@koreadailytx.com

austin@koreadailytx.com

20년간 킬린 한국학교장으로 근무한 공로를 높이사 부총리 표창장을 전수받고 있 는 김윤희 교장(우측)

월) 신입생등록을 오마트에서 실시 할 예정으로 이에 대한 자세한 사 항은 킬린 한국학교(254-681-4989,

254-368-0469, 254-630-3736)로 문 의하면 된다.

광고문의 Austin 972-242-9200 austin@koreadailytx.com

어스틴 김민석 기자

주유소 주유기 통해 신용카드 정보 줄줄 샌다 “가급적 현금 지불을 권장, 블루투스 신호를 꼭 확인하세요”

어스틴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FM 620과 앤더슨 밀 거리가 만 나는 곳에 위치한 7-Eleven(11613 N. FM 620에 위치) 15번 주유기 에서 불법 신용카드 복제기가 적 발돼 한인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 요하다. 텍사스 농무부(Texas Department of Agriculture이하 TDA) 는 지난해 8월에도 같은 매장, 같 은 주유기에서 불법 가드 정보 유 출을 위한 카드 복제 기기가 발견 돼 당분간 주유를 해야하는 한인 운전자들은 주유소 안에서 결제를 하거나 현금 결제를 하는 편이 좋

다고 알렸다 TDA 검열관은 복제기가 인식된 주유기에서 비정상적인 블루투스 신호가 탐지됐고 장치 제거를 위해 현지 사법 기관에 이 사태에 대한 보고를 마쳤다고 전했다. 카드 복제는 주유기에 설치된 카 드 리더기 투입구에 불법적인 기기 를 설치해 신용카드의 정보를 수집 하고 주변에 카메라를 설치해 개 인 비밀번호까지 획득하는 수법으 로 일어난다. 단 2초면 전 세계 어디로든 신용 카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이 단 말기는 일반 카드 단말기와 크게

다르지 않아 피해 사실을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고, 기술적 정교 함 또한 강화되어 전 세계적 피해 가 속출하고 있는 실정이다. 텍사스 주정부는 지난해 사건 이 후 주 전역에 걸친 카드 복제기 추 적을 실시했으며 총 17개 주유소 에서 29여개의 단말기를 발견했다. 이들 중 대부분은 주간 고속도로를 따라 위치한 주유소와 어스틴 지역 에 밀집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모든 주유소는 지난 10월부 터 주유기에 카드 복제를 방지하 는 칩을 설치해야 하는 방침이 있 었으나 기계 한 대당 약 3만 달러 가 소요된다는 비용 부담이 커 실 현되지 못했다. TDA는 이와 같은 금융 범죄 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가급

적 매장과 가까운 주유기를 사용 할 것 ^연료 펌핑 전 일련의 번 호 및 문자로 구성된 비정상적인 블루투스 신호를 확인할 것 ^펌 프 캐비닛의 보안 테이프가 손상 되지 않았는지 확인할 것 ^직불

카드 사용을 절대 삼가 할 것 ^가 능한 경우 현금 지불 할 것 ^현금 지불이 가능하지 않은 경우 신용 카드 명세서를 주기적으로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어스틴 이수지 기자

어스틴 순복음 교회

교회 반주 유경험자 환영 예배시간 : 주일 10:30 am l 오후 예배 1:00 pm

주소 : 6420 Hart Ln Austin, TX 78731

ㅣ Tel : 512. 662. 7171 A


종교

Religion Religion 2018년 5월 15일 화요일 2018년 2018년 4월 3일 화요일 2018년5월 4월15일 3일화요일 화요일

종교칼럼 종교 종교

2018년 3월 31일 토요일 2018년 5월 4월 16일 4일 수요일 2018년 수요일

다음 세대 잃어가는 한인 교회 4끝 다음 세대시대 잃어가는 한인복음주의 교회 4끝 트럼프 달라진 트럼프 시대 달라진 복음주의

22 22 22

13 7

은혜 아빠의 감성 터치

한인교회 출석과 한국인 정체성은 별개 한인교회 출석과 한국인 정체성은 별개 여전히 복음주의입니까? ‘천국의 소망, 부활의 소망’ 그리고 ‘그 간절함’

뿐 아니라 한인사회 내 모든 기관에 해당 한인 이민교회의 미래를 고민할 때다 최 Still Still Evangelical Evangelical 되는데 미래의 정체성내교육은 지금처럼 한 뿐 아니라 한인사회 모든 기관에 해당 근 공영 라디오 방송 KPCC가 교회 한인 이민교회의 미래를 고민할이민 때다 최 인 사회라는 이루어지기 되는데 미래의울타리 정체성안에서만 교육은 지금처럼 한 내에서 2세들이 겪는 정체성의 근 공영한인 라디오 방송 KPCC가 이민 고민 교회 보다 그 영역울타리 밖에서안에서만 별개의 형태로 다양 의자라고 주장하는 인 사회라는 이루어지기 스펙트럼 넓은 복음주의 용어 을 보도했다 1세와 2세간의 사고방식의 내에서 한인 2세들이 겪는 정체성의 고민 의자라고 주장하는 기독교 기독교 그룹 그룹 스펙트럼 넓은 복음주의 용어 하게 한다며 한 예로 미국 교 과 구분 보다 진행돼야 그 영역 밖에서 별개의 형태로 다양 차이 언어애틀랜틱 및 1세와 문화적2세간의 차이로 세대간의 을 보도했다 사고방식의 과간 구분 또는 또는 분리되고 분리되고 싶어한다 싶어한다 월간 디 보도 “사랑하는 여부야, 분석 월간 디 애틀랜틱 분석 보도 회나 직장에 다니면서도 얼마든지 기독교내에서 때론 하게 미국 진행돼야 한다며 한 예로 미국 별 교 극은 있다 이런 상황에서 미 차이계속 언어커지고 및 문화적 차이로 세대간의 이들은 간 이들은 기독교내에서 때론 진 진 우리가 함께하는 여보의 첫 생일이네요. 오빠같이 한없이 부족하고 개의 모임 직장에 등을 통해 정체성의얼마든지 고민을 토 낼 수 회나 미국 다니면서도 별 래의 한인 커지고 교회는 있다 어떤 형태로 생존 보적인 또는 극은 계속 이런 상황에서 미 아이디어도 아이디어도 낼 웃고, 수 있다 있다 바보 같은 사람에게로 와 줘서, 같이보적인 먹고, 같이 자고, 같이 같 로하고 해결방안을 특수 목회들 심지어 내에서 개의 모임 등을 통해찾아가는 정체성의 고민을 토 지속돼야 하는지 논의가 필요하 래의 한인 교회는심도있는 어떤 형태로 생존 또는 복음주의 복음주의 내에서 논란이 논란이 요즘 시대 역할과 이 울어줘서, 나는 하나님께 그리고 심지어 당신께 너무 고맙습니다. 요즘 시대 복음주의 복음주의 역할과 의미 의미 이 많이 생겨나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되고 있는 여성 목회자들도 포함된 로하고 해결방안을 찾아가는 특수 목회들 다 한인 하는지 2세들의심도있는 독립된 형태의 지속돼야 논의가 교회에 필요하 되고 있는 포함된 많은 맥락 것을 속에 약속할 순 없지만 내 모든 것을 다여성 드려목회자들도 당신만 평생 사 정치적 부정적 의미로 한인할 2세들이 특정전했다 교회 사역 것이 특징이다 게다가 기본적 가 이이는 많이 이미 생겨나야 것이라고 대해서도 고민이 목소리가 제 다 한인맥락 2세들의 독립된의미로 형태의 교회에 정치적 속에필요하다는 부정적 것이 특징이다 게다가 기본적 랑하겠습니다. 하나님께서 너무 너무 사랑하시는 딸 지미경님, 생일가 에이는 얽매여 활동을 다양한 사 바탕을 두고 이미 한인 제약받기보다 2세들이 특정 교회 사역 장열치는 기자 기되고 있다 대해서도 고민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제보수주의에 치는 보수주의에 바탕을 두고 있지 있지 을 진심으로 마음다해 축하해요. 당신의 남편이어서 나는 행복합니 회적 모임을 통해 제약받기보다 여러 형태로 사역을 그렇다고 에 얽매여 활동을 다양한 펼 사 장열만 기되고 있다 jangyeol@koreadailycom 만기자 그렇다고 트럼프를 트럼프를 지지하진 지지하진 않 않 다. 사랑해요, 영원히…“ 복음주의가 다양성 치고 것만 봐도 잘 형태로 알 수 있다본지 회적 있는 모임을 통해 여러 사역을 펼 복음주의가 가진 가진jangyeol@koreadailycom 다양성 모호해져 모호해져 는다 는다 오히려 오히려 지난 지난 대선에서 대선에서 트럼 트럼 From 당신의 반쪽 콩이 아빠 한인 이민 역사가 100여 년이 넘어서면서 5월8일자 프를 치고 있는 A-22면 것만 봐도 잘 알 수 있다본지 프를 지지하는 지지하는 기독교인들을 기독교인들을 보면 보면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노력 필요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노력 필요 분명 필요한 건 사고방식의 변화다 2세 이제는 한인역사가 사회에서도 4세까지 한인 이민 100여 3세 년이또는 넘어서면서 서 5월8일자 A-22면 서 혼란에 혼란에 빠지기도 빠지기도 했다 했다 이들은 이들은 들의 목회 형태를 이를 간접적으로 알 도 자녀 한인 세대가 생겨나고 있다 이제는 사회에서도 3세 또는 4세까지 현 분명 필요한 건 보면 사고방식의 변화다 2세 현 시대에서 시대에서 사실상 사실상 기독교의 기독교의 변두 변두 남동생 부부와 함께 동행하며 제가 이 글은 결혼한 지 이제 일 년이 채 수 있다 목회자가 되면 일평생을 목 이들은 언어적 문화적으로 영어 도 자녀복음주의(evangelical) 세대가 생겨나고 있다완전히 리 본래 집단이 들의 목회과거 형태를 보면 이를 간접적으로 알 본래 복음주의(evangelical) 리 집단이 됐다는 됐다는 게 게더 더 적절한 적절한 표 표 할 수 있는 일은 함께 마음 아파하 되지 않았고, 아내에게 사랑의 마음 한인교회는 다음 세대를 위한 새로운 목회 방식을 고민해야 한다 다시 돌아오는 2세들을 수용하지 못 사로 살아가던 1세와 달리 2세들은 합리적 권이기 때문에 한인교회보다는 대개 현일 주류 이들은 언어적 문화적으로 완전히 영어수도 라는 용어가 갖고 있는 수 있다 과거 목회자가 되면 일평생을 목 라는 용어가 갖고 있는 스펙트럼 스펙트럼 현일 수도 있겠다 있겠다 고, 함께 곁에서 울어주는 일 밖에 을 전하는 남편이자, 6주 후면 태어 하면 다음 세대는 유랑하는 세대가 될 것이라는 주장도 있다 사진은 특정기사와 관련 없음 [중앙포토] 한인교회는 다음 세대를 위한 새로운 목회 방식을 고민해야 한다 다시 돌아오는 2세들을 수용하지 못 사고에 의해 움직인다 이는 목회에 대한 교계에서 활동하고 있다 용어의 권이기 때문에 한인교회보다는 대개 주류 은 넓다 그만큼 그러나 사로 살아가던 1세와 달리 2세들은 합리적 은 상당히 상당히 넓다 그만큼 용어의 그러나 지금 지금 사회는 사회는 복음주의 복음주의 없었습니다. 어떤 위로의 말도 건네 날 귀한 첫 아기 콩이(태명, Irene) 하면 다음 세대는 유랑하는 세대가 될 것이라는 주장도 있다 사진은 특정기사와 관련 없음 [중앙포토] 인식이나 패러다임이 변화된 주요 원 물론 영어권 한인들만 주류난해 교회에 내 출석 교계에서 활동하고 있다 해석은 각기 다르다 오늘날 변두리 사고에 의해 움직인다 이는 것이 목회에 대한 해석은 각기 다르다 오늘날 난해 내 변두리 집단이 집단이 던지는 던지는 질문과 질문과 기가 너무 어려웠습니다. 추모예배 를 기다리는 맘 따뜻했던 아빠였던 꼽힌다 하는 아니다 최근 재정의 백인 중심의 미국 교 귀를 영어권 한인들만 주류 교회에 출석 한 그 어떻게 되고 주장에 기울일 필요가 있다 인식이나 패러다임이 변화된 것이 주요 원 한인 2세 나이 들어 다시 한인 사회로 국 정체성에 대한 고민을 할 수밖에 없다 인으로 한물론 그건의미는 의미는 어떻게 재정의 되고 주장에 귀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에서도 의연하게 천국의 소망을 말 고 장재웅 형제가 그의 사랑했던 아 준 최(회계사) 회들도 사역중심의 방향을미국 틀면서 하는 건다민족 아니다교회로 최근 백인 교 그들의 소수인종으로서 한인사회나 있을까 국 정체성에 대한 고민을 할 수밖에미국사 없다 인으로 우선 주장에는 복음주 꼽힌다 목사는 주중에는 회계사 한인 2세 나이 들어 다시 한인 사회로 며 있을까 우선 그들의 주장에는 복음주 오히려 1세보다 정체성 교육 관심 많아 씀하시며 오히려 우리를 위로해주 내 고 지미경 자매에게 사고가 나던 활동하면서 미국교회에서 중 한국어권 한인들도 상당수 띄는틀면서 게 특다양성이 회들도 교회로 사역눈에 방향을 회에서 어중간하게 있는 경우를 말하는데 월간 잡지 디 애틀랜틱(The 며 소수인종으로서 한인사회나 미국사 로준 의의 최(회계사)주말에는 목사는 주중에는 회계사 월간다민족 잡지 디 애틀랜틱(The 의의 다양성이 수반돼 수반돼 있다 있다 언론 언론 기독교 복음주의가 갖는 의미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 이후 조금씩 달라지고 있다 지난해 2월 트럼프 대통령이 당선 직 오히려 1세보다 정체성 교육 관심 많아 시던 미경 자매 아버지께서 사랑하 바로 전날인 사랑하는 아내의 생일 기독교 복음주의가 갖는 의미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 이후 조금씩 달라지고 있다 지난해 2월 트럼프 대통령이 당선 직 하고 있는 징이다 한국어권 한인들도 상당수 눈에트 띄는 게 결국 이들이 한인사회로 때 정체 ㆍ고등학생을 Atlantic)은 3월호에 도널드 회에서 어중간하게 있는 돌아갔을 경우를 말하는데 을 통해 로 활동하면서대상으로 주말에는목회를 미국교회에서 중 Atlantic)은 3월호에 도널드 트 을특 통해 획일적으로 획일적으로 보도되는 보도되는 기 기 후 워싱턴DC에서 열린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해 복음주의권 목회자들에게 연설을 하고 있는 모습 [AP] 후 워싱턴DC에서 열린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해 복음주의권 목회자들에게 하고 있는 모습 이중직업을 [AP] 사위의 유골함을 들고 한국 (2월9일)에 정성스레 써서 전한 사 는 딸과 모습과 데 요즘 2세 중에는 가진 목 선밸리 지역 유명 교회인 징이다 성에 대한 고민을 받아주고 해결해줄 있 연설을 럼프 대통령 당선 이후 미국 내에 결국 이들이 한인사회로 돌아갔을 때수 정체 ㆍ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목회를 하고 있는 럼프 대통령 당선 이후 미국그레이스커뮤 내에 독교의 독교의 모습과 달리 달리 더 더 넒은 넒은 범위 범위 으로 가시기깊이가 전날 밤, 조용히 2세 제가수용 준비해야 랑의 손편지 지금 그들은 게다가 미국교회에서 니티교회(담임목사 존 맥아더)의 경우 지역입니다. 유명용어가 교회인 그레이스커뮤 는 교회가 있는지받아주고 의문이며해결해줄 만약 그런 서 복음주의라는 어떤식 성에 대한 고민을 수준 있 회자가 의 가치와 담겨있어서다 데 요즘많다며 2세 중에는 이중직업을 가진 사 목 서선밸리 복음주의라는 용어가 어떤식 의이 가치와교회들 깊이가돌아오는 담겨있어서다 묵는 숙소방으로 찾아오셨습니다. 천국에서 서로에 있는지에 대한존 사랑을 노래 역한다고 해서 한인 또는 한인사회 이슈에 미 지난 2014년부터 한국어 통역 서비스를 니티교회(담임목사 맥아더)의 경우 이 비가 되어 있지 않다면 2세들은 유랑하는 교회들 돌아오는 2세 수용 준비해야 으로 이해되고 대한 분 는 교회가 있는지 의문이며 만약 그런 준 복음주의가 미래에 나가 회자가 많다며 미국교회에서 사 폭넓은 의미를 제대로 기분을 전혀 못한다고 으로 이해되고 있는지에 대한 분 거기엔 거기엔 그렇지 복음주의가 미래에 나가 수성과 수성과 폭넓은 제대로 반 반 프 프 시대 시대 이후 이후 본격적으로 본격적으로 정치적 정치적 기분을게다가 전혀 공감하지 공감하지 못한다고 않으면 유랑하는 세대 될못한다는 것 의미를 “은혜 아빠가 같이 있어줘서 큰 영하지 하고 그토록 갈망했던 하나님 곁에웹사이트 무관심한 것도 아니기 때문에 얼마든지 자 비롯한 한국어 성경공부 한국어 미 지난 2014년부터 한국어 통역 서비스를 세대가 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석 기사를 보도했다 비가 되어 있지 않다면 2세들은 유랑하는 야할 방향도 제시된다 역한다고 해서 한인 또는 한인사회 이슈에 지적이 있다 환경을 석 기사를 보도했다 야할 방향도 제시된다 영하지 지적이 있다 환경을 통해 통해 갈등으로 갈등으로 드러나고 드러나고 말했다 말했다 그렇지 않으면 유랑하는 세대 될못한다는 것 위로가 됐어. 고마워… 난 이제 천 서 Still 그분만을 찬양하며 행복해 하고웹사이트 유롭게 교류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까지 개설했다 비롯한 한국어 성경공부 한국어 이에 대해 하루빨리 1세 교회의 운영 구 Evangelical?(여전히 세대가 될 수 있다고 우려했다 그들이 여전히 복음주의인가 무관심한 것도 아니기 때문에 얼마든지 자 통 그동안 복음주의는 신학자 있다 이런 상황에서 요즘 복음주 그럼에도 여전히 복음주의인 Still Evangelical?(여전히 그들이 여전히 복음주의인가 그동안 복음주의는 신학자 통 있다 이런 상황에서 요즘 복음주 그럼에도 여전히 복음주의인 국을 꼭 가야 할 이유가 생겼네. 교 사 있을 것이라 확신합니다. 데이브 노 목사(변호사)는 1세들이 이 개설했다 교회 김상우 집사는 미국 교회지만 까지 조이에 및 목회 방식도 교체 등을 통해 바 복음주의인가?) 대해 하루빨리 1세 교회의 운영 구이슈 라고 교류할 수 있다고 말했다 통해 매우 다 의 아예 정치 자체 가라는 질문을 이들은 미 복음주의인가?) 라고 던지는 던지는 질문에는 질문에는 오늘날 오늘날 교 계 계 정치 정치 언론 언론 등을 등을 통해 매우 다 세대 의 교회들은 교회들은 아예 정치 이슈유롭게 자체 가라는 질문을 던지는 던지는 이들은오 미 1세 교회들 세대 교체 전환 필요 규정돼왔다 랑하는 우리 미경이, 재웅이, 그리 통해 지난 2월 10일출석 늦은밤, 중앙선을 해하는 중의 하나가 2세들이 한인교회 다양한 인종이 중이며 한인들의 경우 종교 이 교회 김상우 집사는 미국 교회지만 뀌어야 한다는 최근 발간된 한책의 제목이기 조 및 목회 방식도 세대 교체 등을 경향도 통해 바보이고 회와 데이브 노 목사(변호사)는 1세들이 오 본래 복 를 외면하려는 있 백인 기독교가 지 최근 발간된 한책의 제목이기 회와 종교 집단에 집단에 대한 대한 개혁의 개혁의 목 목 양한 양한 모습으로 모습으로 규정돼왔다 본래 복주장도 를 있다 외면하려는 경향도 보이고 있 것국에서 국에서 백인 중심의 중심의 기독교가 지 1세 교회들 세대 교체 전환 필요 콩이를 꼭 만나야 하니깐... 남은 통해 넘어온 음주운전자의 차량은 피할 고 를 떠난다고 해서 정체성의 고민도 없이 한 2세까지 합하면 수백 명에 또 다양한 인종이 출석 중이며 한인들의 경우 트리니티신학대학 차 교수는 지난정치적 도 질문은 요즘 미국 기독 한다는운 있다 담겨있다 쉽게 말해 해하는 중의 하나가 2세들이 한인교회 음주의권 교회들은 독립적으로 다 교회내에서 지나친 논 다인종 교회의 시대가 도래하 도한 한이 이 질문은 요즘 미국달한다며 기독 소리도 소리도 담겨있다 쉽게 하는 말해 현재 현재 음주의권 교회들은뀌어야 독립적으로 운주장도 다피터 교회내에서 지나친 정치적 논 것고 고 다인종 교회의 시대가 도래하 교회 밖에서 특수 목회도 요구돼 삶 천국 바라보며 잘 살아야겠어. 3 영되면서 중앙으로부터 틈도 없이 사랑하는 한 명에 가족이 타고모국어로 인사회와 거리가 멀어진 것으로 여긴다며 언어 장벽을 허물면서 한국어를 2세까지 합하면 수백 달한다며 또 해트리니티신학대학 11월분산됐고 열린 강연회(한인 2세 기독교인의 교 던져지고 있다 특히 피터 차 교수는 지난 상태의 기독교로는 안된다는 것 를 떠난다고 정체성의 고민도 없이 한 쟁이 발생하는 것을 아예 고 있음을 분명하게 인식하고 있 교 곳곳에 곳곳에 던져지고 있다 특히 상태의 기독교로는 안된다는 것 목회도 영되면서 중앙으로부터 분산됐고 쟁이 발생하는 것을 아예 피하겠 피하겠 고 해서 있음을 분명하게 인식하고 있 교회 밖에서 하는 특수 요구돼 월 15일에 콩이 태어나면 그때 볼려 특정 명칭으로 불리기를 있던 차량을 덮쳐 모든 생명을 앗한인교회 하지만 그들이 한인사회에 속해 있지 않 사용하는 교인들도 많은데 점점 언어 장벽을 허물면서 한국어를 모국어로 종교 성향과 경험)에서 현재 2세들 가운 트럼프 대통령이 백인 복음주의 해 11월 열린 강연회(한인 2세 기독교인의 이다 인사회와 거리가 멀어진 것으로 여긴다며 주저했다 다는 심산이다 다 이는 전세계적인 추세이기도 트럼프 대통령이 백인 복음주의 이다 특정 명칭으로 불리기를 주저했다 다는 심산이다 다 이는 전세계적인 추세이기도 고 여기 올라고 했는데 좀 시간이 아가고야 말았습니다. 그렇게 이 곳 다고 해서 한국인이라는 부 라는 울타리를 벗어나 주류 교계로 편입되 사용하는 교인들도 많은데 점점 한인교회 데 70~80%가 한인교회를 떠나 백인 교회 권의 지지를 받아 당선된 이후 종교 성향과 경험)에서 현재 2세들 가운 반면 이러한 질문은 트럼프 시 하지만 그들이 한인사회에정체성까지 속해 있지따르 않 이는 1980년대 유명 기독교 지도자 카렌 스월로우 프라이어 교수 하다 퓨리서치센터 조사에 권의 지지를 받아 당선된 이후 반면 이러한 질문은 트럼프 시 이는 1980년대 유명 기독교 지도자 카렌 스월로우 프라이어 교수 하다 퓨리서치센터 조사에 따르 문자메시지를 보며 문득 그런 생 간, 부모님께로부터 서류를 잘 받 님의 위로하심을 간절히 바라며 사 늦어지겠네…” 에서 주님의 사랑을 전하며 살아가 소홀히 게정체성까지 아니며 코리 는 흐름도 있는 것있다 같다고 라는 울타리를 벗어나 주류말했다 교계로 편입되 2세들이 설립한 교회에서 신앙생활을 한 정하거나 더욱 두드러지고 데복음주의를 70~80%가 한인교회를 백인 교회 대의 다고 한국인이라는 부 마 (리버티 대학)는 그동안 복음 이미 미국내에선 히스패닉계 더욱 두드러지고 있다 대의 미국 미국 복음주의가 복음주의가 위기를 위기를 겪 겪 들이 들이 각종 각종 미디어가 미디어가 복음주의를 마 (리버티떠나 대학)는 그동안 복음해서면 면 이미여기는 미국내에선 히스패닉계 들었습니다. ‘하늘나라에서 그 았다며 문자 메시지를 받 각이 랑하는 미경이, 콩이를 향 교회에서 잔잔한 미소로 제게 담담한 심정 고자 한 부부는 뱃속의 아기와 안-아메리칸이라는 자부심이 있다는 것 레이크포리스트 지역 대형교회인 새들 오히려 1세보다 한국인이라는 정체성 교육 재웅이, 는 흐름도 것전 말했다 다며 하지만 된 감사의 2세들은 3~4세 한 예로 얼마 프린스턴 대학 2세들이 설립한 신앙생활을 한 있지만 반면 삼을 수 있 정하거나 소홀히 여기는 게 아니며 코리 분류하고 정의하는 행위를 주의자들은 낙태 교육 개혁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종 한했던 예로있는 얼마 전같다고 프린스턴 대학 고 고 있지만 반면 기회로 기회로 삼을 수 있 음대로 음대로 분류하고 정의하는 행위를중년이 주의자들은 낙태 교육 개혁 가 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종 들도 이 좋겠다고 땅에 남아있는 그들의 사 았습니다. 한 그리운 마음을 꾹꾹 정체성을 담아서 말위해 을 꼭 전했다 백교회(릭 워렌 목사)에도 이미 지역모임 대형교회인 새들 을 말씀하시던 미경 자매한국인이라는 아버지, 에 관심이 많다는 것이라며 왜냐하면 2 하다 오히려 1세보다 정체성 교육 함께 갔습니다. 들의 다시된돌아오는 의 한 기독교 동호회는 명칭 다며 하지만 중년이 2세들은 3~4세등에서 다는 뜻으로도 해석된다 안-아메리칸이라는 자부심이 있다는 것 방치한 탓이기도 성경적 결혼관 이슈 중 교 무관심한 백인은 많아 의레이크포리스트 한하늘나라로 기독교 동호회는 모임 명칭한인들은 다는 뜻으로도 해석된다 방치한 탓이기도 하다 성경적 결혼관 경우가 이슈 등에서 중알아줬으면 교 자체에 자체에 무관심한 백인은 많아 랑하는 가족과 친구들을 그리워하 “은혜 아빠 아이들 서류하지만 잘을받아 입니다. 1세 중심의 2세들의 사역을 이 많다 백교회(릭 워렌 목사)에도 이미 세들은 동화되길 원하는 에집단의 관심이 많다는주장은 것이라며 왜냐하면 2 있는데 1세만을위해 위한 목회는 줄여야 할 때 그러나 잠시 후…주류사회에 에서 복음주의란 용어를 뺐다 들의 다시 돌아오는 경우가 그들이 살았던 작은집은 변두리 공통된 꼭 알아줬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기독교 운동가 셰인 클레어본 요한 역할을 해왔다며 지고 있다 범위를 넓히면 기독교 에서 복음주의란 용어를타일러 뺐다한인들은 변두리 집단의 공통된 주장은 기독교 부모 운동가 셰인정체성을 클레어본 요한 역할을 해왔다며 하지만 지고교회들이 있다 범위를 넓히면 기독교 고 있을지도 모르겠구나’라고 말입 서 사망신고도 잘할마쳤어. 고마워. 해하고 성장할 수북미나 있도록 도우려면 먼저 자 교회 출석 중인 로이 박(34)씨는 한 진정한 밑에서 교육을 2세들은 많다 세들은 주류사회에 동화되길 부모 라고 말했다 신 제3세계 이 갈수록 혼란스럽고 오 있는데 1세만을 목회는 줄여야 때 트럼프에 “그런데 우리 애들 너무받았지만 너무 보 오히려 미국의 복음주의가 만약 1세 중심의 교회들이 2세들의 사역을 이 한인침례교회 청년들과 찬양팀 지 은 그동안 복음주의는 하나의 거 근래 복음주의자들과 신자는 유럽 대 유럽 대신 제3세계 이이단어가 단어가 갈수록 혼란스럽고 오 미국의 진정한 복음주의가 만약 은원하는 그동안 복음주의는 하나의 거 위한 근래 복음주의자들과 트럼프에 신자는 북미나 니다. 참문제도 마음이 이상하네. 원래 한다는 그렇게 그들을인식됐고 떠나 보낸 지교회 한 내그런데 성해야 있다 인 교회를 언어적으로나 문화적으로 불편 이 교회 출석 중인 박(34)씨는 한 완전히 미국화 된 그들의 오히려 밑에서 교육을 받았지만 오히려 2세들은 에서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는 2세들의 고립화 서서히 해의 소지를 낳을 수 있다는 우려 라고 말했다 혼돈의 시대 속에서 살아 해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도우려면 자 대한 그룹으로 백인 문 대한 논쟁을 보면 이들이 과거를 싶다. 트럼프 나 어제도 새벽 4시에 일 자녀에게 체들의 사랑방이었습니다. 집안 곳 고 에서 주장도 가파르게 성장하고먼저 있다는 해의 소지를 낳을 수 로이 있다는 우려 혼돈의 트럼프 시대 속에서 살아 대한 그룹으로 인식됐고 백인 문 대한 논쟁을 보면 이들이 과거를 그들을 다시 만날 전 수 영어권 있는 그곳 LA지역 한 교회에서 10년 예 해 하는그리고 2세들이 출석 중이라며 콩이 태어나면 산후 조 한다는 인 교회를 언어적으로나 문화적으로 불편 미경 달여의 시간이 흘렀습니다. 사망진 뿌리 교육을 중시하려는 완전히 미국화 된여전히 그들의 자녀에게 오히려 점이다 발생하고 있다 때문이다 2세들의 교회 고립화 문제도 서서히 남는다면 결국 그 성해야 주장도 있다 화에 의해 점령 당한 부분도 있 망각하는 것처럼 보여 어나서 엄마 손힘은 붙잡고 펑펑경향을 곳에서, 교회상당수 곳곳에서 그들 점이다 때문이다 남는다면 결국 그 힘은 여전히 화에보인다고 의해 점령 당한 부분도 있 내오늘(11일) 망각하는 것처럼 보여 안타깝다 안타깝다 배를 개설하는데 참여했던 최익수 장로는 아무래도 미국적인 사고 방식에 익숙하기 전했다 해 하는 어쩌면 2세들이 상당수 고스란히 출석 중이라며 뿌리 보고 교육을 중시하려는 보인다고 김병학 있다 목사(주님의교회)는 요즘아이들한테로 한인 그런 복음주의는 그 면에서 천국의10년 소망, 우리 우리 부부가 가 천국, 단서를 받고 달라스 출장소에서 한 리 복음주 발생하고 복음주의(still evangelical)이 LA지역 한 교회에서 전그리고 영어권변화 예 다며 하지만 복음주의는 백인 고 말했다 울었어. 너무 싶어서… 우리경향을 의 이는 섬김과 사랑의 오늘날 흔적이 그런 면에서 복음주의는 변화 이는 어쩌면 오늘날 복음주 복음주의(still evangelical)이 다며 하지만 복음주의는 백인 고차 말했다 2세들을 보면 일상에서는 인종이나 민족 때문에 미국 교회를 선택했지만 언젠가는 아무래도 미국적인 사고 방식에 익숙하기 이러한 경향은 한인 사회와 관계성이 약 전했다 를 꾀하고 있다 복음주의의 정체 2세 교회나 영어권 공동체의 이야기를 들 의가 뉘앙스를 김병학 목사(주님의교회)는 요즘 한인 가 함께 함 기 배를 참여했던 최익수그분과 장로는 기로 한 트럼프 날이었는데, 이날 아이들 국어 공증을흑인 받고 라티노 서류를 부모님께 뿐 아시안 특히 시대가 도래한 이 미경이,것이다 재웅이, 콩이….” 남겨져 있었습니다. 를 주님과 꾀하고 있다부활하여 복음주의의 정체 의가 부정적 부정적 뉘앙스를 함의하는 함의하는 사랑스런 기 때문이라는 때문이라는 것이다 뿐 아니라 아니라 흑인 라티노 아시안 특히 트럼프 시대가 도래한 이개설하는데 에 얽매이지 않고 이미 다양한 사람들과 어 한인 교회로 돌아가야 하지 않나라는 생각 때문에 미국 교회를 선택했지만 언젠가는 했던 2세들이 나이가 들면서 다시 한인 사 이러한 경향은 한인 사회와 관계성이 약 성 정치 참여 운동 자기 성찰 등 어보면 이민 역사가 오래되다 보니 2세 교 용어가 되고 있다는 것일테다 2세 교회나 영어권 공동체의 이야기를 들 이는 보면 일상에서는 인종이나 민족 인디언을 남녀노소 각 영원한 삶을운동 살아갈 그 성찰 날을 간 도착하니깐 참2세들을 마음 후 이민자 입 3월 10일 늦은밤,등 그날 우린 그복음주의자들이 작은 방에서 함 보내드렸고 한국에서 개척멤버로 함께 성 정치 참여 자기 등 용어가 되고교회 있다는 것일테다 이는밤,오늘날 오늘날 복음주의자들이 인디언을 비롯한 비롯한 남녀노소 등한국 각 사망진단서가 후 백인 백인 교회와 교회와 이민자 교회의 교회의 입 께 울려 생활하는데 유독 한인 교회들은 울타 도 하고 있다고 전했다 회로 회귀하는 특이한 현상으로 나타나고 한인 교회로 돌아가야 하지 않나라는 생각 했던 2세들이 나이가 들면서 다시 한인 사 인들의 고연령화 문제도 심각하다며 아 에 대해 새로운 생각을 시도하고 트럼프 시대가 열리면서 복음 어보면 이민 역사가 오래되다 보니 2세 교 트럼프 시대를 변화를 위한 시련 에 얽매이지 않고 이미 다양한 사람들과 어 기 다른 구성원들이 폭넓게 담겨 장은 극명한 보이고 있다 소망해 봅니다. 이상하네. 기도 부탁해도 11일 오전이었던 시 이 조용히시대를 흐느끼며 울었습니다. 주 시간으로는 했었던 미경시대가 자매 열리면서 부모님, 그리고 에 대해 새로운 생각을 시도하고 트럼프 복음 께 트럼프 변화를 위한 시련 기 다른 구성원들이 폭넓게 그 담겨 장은 극명한 차이를 차이를 보이고 될까?” 있다 절히 리 안에서 한국 문화와 언어에 묶어두려 했 한인교계에서는 한인 2세 3세들이 주로 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있다 이는 한인사회로 다시 돌아오는 2세 회로 회귀하는 특이한 현상으로 나타나고 있는 것임이 분명하다 주 젊은 3세 교인들이 교회에 출석하지 않 주의는 보수 기독교와 우익 종 인들의 고연령화 문제도 심각하다며 아 의 시기로 해석하고 있음을 보여 울려 생활하는데 유독 한인 교회들은 울타 있는데 언론은 이런 요소들을 계 차오 로메로 교수(UCLA)는 주의는 보수 기독교와 우익 종 의 시기로 해석하고 있음을 보여 있는데 언론은 이런 요소들을 계 차오 로메로 교수(UCLA)는 있는 것임이 분명하다 게 한인교회가 타민족 미국 교회 한인교회 내허물고 영어권 공동체 한인교계에서는 한인 2세 3세들이 주로 들을 어떻게다시 수용해야 하는지 있다한인 이는교회가 한인사회로 돌아오는 2세 고 현 시대의 상황은 복음주의자 이상의 2세들만 증가하다 보니 기독교내 그 교라는 사이에서 경계를 주 40대 젊은 3세 교인들이 교회에 출석하지 않 던 준다 리 안에서 한국 문화와 했 속해서 무시해왔다고 전했다 (트럼프 당선으로) 히 현 게다가 시대의 언어에 상황은묶어두려 복음주의자 교라는 사이에서 경계를 허물고 준다 속해서 무시해왔다고 전했다 (트럼프 당선으로) 기독교내 히있다며 대한 다소 배타적인 자세기회인가 때문에 소위 한인 2세만의 독립된 한인 교회 크게 필요한 지점이다 미국 교회 한인교회 내 영어권 공동체 들을 한인 교회가 어떻게 수용해야 들도 다음 세대에 대한 대책 마련에 시급 에게는 위기인가 있다 복음주의가 정치적 맥 고 40대 이상의 증가하다 보니 그 에 일단 복음주의는 규정하기가 던너무 게 있다며 게다가 한인교회가 타민족 현재 미국내 약 스패닉계가 느끼는 분노는 에게는 위기인가 기회인가 있다 이는 이는 복음주의가 정치적 맥등 일단 고민이 복음주의는 규정하기가 현재 하는지 미국내 복음주의자는 복음주의자는 약 2세들만 스패닉계가 느끼는 분노는 너무 이기적인 사역 성향을복음주의인가?라는 보였고 2세들을소위 1세 3가지 종류의 교회에 속해 있는 것으로 파 고민이 한인 2세만의 독립된 한인 교회 등 난해하다 크게 한인 2세 레이 김(라이트하우스교회)씨 필요한 지점이다 여전히 해한다고 전했다 락을 이해되면서 백인 주류 들도 다음 세대에 대한 대책 마련에 시급 고통을 여론조사 기관들은 단 에 대한 다소 배타적인 자세 때문에 그러나 나 이러한 박탈감과 여전히 복음주의인가?라는 락을 통해 통해 이해되면서 백인 주류 난해하다 여론조사 기관들은 단 6200만명으로 6200만명으로 추산된다 추산된다 그러나 나 크며 크며 이러한 박탈감과 고통을 여긴 부분도 있기 때문 악하고 있다 3가지 교회에 속해 쓰이고 있는 것으로 파 질문(당신은 는한인 물론 요즘 미국에서는 교회가 신학 2세 레이 김(라이트하우스교회)씨 질문과 여전히 복음주의이기 때 이는인종 특수화된 이민복음주의 목회가 필요하 집단을 대변하는 용어로 해한다고 전했다 한줄의 거듭난 혹은 이기적인 사역 성향을 보였고 2세들을 1세 이들 정 보고도 교회들의 무감 질문과 여전히 복음주의이기 때 집단을종류의 대변하는 용어로 쓰이고 한줄의 질문(당신은 거듭난 혹은 다민족 이들 사이에서는 사이에서는 신학 인종 정 한인 보고도 복음주의 교회들의사역의 무감 부속품처럼 에 그 부분은 분명 반성이 필요한 것도 사 한인 2세 조나단 윤 목사는 영어권 한 새로운 형태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지만 악하고 있다 는 물론 요즘 미국에서는 다민족 교회가 다는 주장에 힘을 싣고 있다 문이라는 대답은 한 끝 차이다 있다는 점이다 이는 특수화된 한인 이민 목회가 필요하 복음주의자라고 생각하는가)으 사역의 부속품처럼 여긴 부분도 있기 때문 치 등 다양한 가치를 통해 관점의 각한 언행 때문에 상처를 받기도 있다는 점이다 복음주의자라고 생각하는가)으 치 등 다양한 가치를 통해 관점의 각한 언행 때문에 상처를 받기도 문이라는 대답은 한 끝 차이다 972.242.9200/832-366-7720 장열 전했다 인한인 2세 부모들의 흥미로운 특징 중 하나는 2세 조나단 윤 목사는 영어권 그 안에여부를 한인이나 소수 인종 교인들은 결 다는 새로운 형태의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지만 사회학)은 유헌성 연구원(UCLA 여전히 복음주의인가라는 질 주장에 힘을 싣고 있다 로 복음주의자 판단하지 에지지 그 부분은 분명 반성이 필요한 것도 사 차이가 존재한다 한다며 이들은 트럼프를 장열 기자 기자 여전히-복음주의인가라는 질 로한 빌립보서 4장 13절 복음주의자 여부를 판단하지 차이가 존재한다 한다며 이들은 교회 트럼프를실이라고 지지 jang.yeol@koreadaily.com 장열 기자 인 2세던지는 부모들의 흥미로운 특징 중 하나는 그 안에 한인이나 소수특 결 사회학)은 교회 문을 이들은 자칭 유헌성 연구원(UCLA 만 갖고 실이라고 전했다jang.yeol@koreadaily.com 그러나 차이점은 트럼 느끼는 문을 던지는 이들은 자칭 복음주 복음주 만 이는 이는 복음주의가 복음주의가 갖고 있는 있는 특인종 교인들은 그러나 이러한 이러한 차이점은 트럼 한 한 기독교인들이 기독교인들이 느끼는 승리의 승리의

내게 능력주시는 자 안에서 내가 모든 것을 할 수 있느니라

복음이 실재되는 교회

제자침례교회

담임목사: 정찬수

Korean Disciple Baptist Church

Erie St

I-35E

제자침례교회

Beltline Rd

635 LBJ

주일 1부

오전 8:30

주일 2부

오전 10:45

주일 3부

오후 2:30

영아부(주일)

오전 9:30

유아부(주일)

오전 11:00

주일 1부 예배. 오전 9:00 주일 2부 예배. 오전 11:00 주일 3부 예배. 오후 2:30 새벽 기도회 (화-토). 오전 6:00 주일 유초등부 예배. 오전 11:00 주일 청소년부 예배. 오전 11:00 영어 예배 (주일). 오전 11:00 금요 예배. 오후 8:00

“순복음반석위에교회는 오순절의 성령충만한 초대교회를 지향합니다.”

유치부, 초등부, 중고등부(주일) 오전 11:00 금요예배

오후 8:00

새벽예배(월~토)

오전 5:30

972-466-1995,

담임목사 박성하 www.disciplebaptistchurch.org

주일 오전 11:00 / 오후 2:30 (준비중) 금요철야 오후 9:00~새벽 2:00 www.sarangmission.com 3918 Old Denton Rd Carrollton, TX 75007 TEL : 469-231-2800 / E-mail : pastoryoun@yahoo.com

새벽예배(화~금) 오전 5:30

555 Manco Rd, Lewisville, TX 75067

1017 Erie St. Carrollton, TX 75006

TEL. 469-278-2390 yohankim73@gmail.com

와서 제자되고 나가서 제자삼는

새누리교회

New Community Baptist Church 예배& 모임

시간

주일장년예배 8:30am(1부), 10:45am(2부) Children/Youth Service (주일) 10:45am 새누리한글학교 (토) 9:30am - 1:30pm 청년부 예배 (주일) 1:15pm 장년순모임 (주일) 12:00pm 새벽예배 (화~금) 6:00am, (토) 7:00am 수요예배 (수) 7:30pm(아이들을 위한 어와나)

www.jbu.edu/summer-academy

www.saenurichurch.org Dalecrest Dr

9560 Long Point Rd 새누리교회 t Rd Long Poin

Oak Tree Dr

·이지춘 목사 ·행정/청년 : 안창호 전도사 ·Youth : 이정찬 전도사 ·Children : 이인영 전도사

SUMMER ACADEMIES FOR HIGH SCHOOL STUDENTS

214.606.3079

Engineering, Piano, Worship Arts, Photography, Art & Design and Digital Cinema

TEL : (713)722-0773 9560 Long Point Rd. Houston, TX 77055

AA A

A


8

전면광고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깊이 사과 드립니다

지난 5월 7일 새벽에 벌어진, 미국 텍사스주 한인 교수부부 총격살인 및 자살 사건으로 인하여 지역사회에 물의를 일으키고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머리숙여 사과드립니다. 무엇보다도 사건의 배경 및 동기에 관련하여 보도된 일부 기사내용과, 인용된 가해자 이현섭의 페이스북 게재물은 사실이 아님을 밝히며, 故김윤덕씨의 명복을 진심으로 빕니다. 또한, 이번 일로 크게 상심하시고 충격을 받으신 피해자의 가족, 친지, 지인분들께도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이현섭 가족일동

A


239

교육 교육

2018년 5월5월 16일14일 수요일 2018년 월요일

에듀 프리미엄

대입 준비 과정에서 피해야 할 실수 6가지

에세이 주제 지금부터 고민해야 우선순위 매겨 지원서 작성하고 추천서 일찍 요청해야 내용 좋아 대학 합격 통지서가 날아오는 봄이 되면 지난 수년 동안 때론 논쟁을 벌이면서도 가치있는 일이라고 믿고 자녀 교육에 투자한 결과에 안도 감과 성공을 느끼는 학부모들을 본다 아이비리그를 포함한 여러 대 학에 합격한 자녀와 함께 기뻐하는 학부모들의 순수한 얼굴에 나 역 시 뿌듯하다 하지만 새로운 대입 시즌은 다시 돌아왔다 여름방학을 맞는 학생들이 후회하지 않는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학부모들에게 대 입 준비 과정에서 피해야 할 실수 6가지를 소개한다

1너무 늦게 시작하고 쉬운 여 름방학 활동: 11학년에서 살아남 았음을 자축하기 위해 올 여름방 학을 휴식시간으로 갖고 싶어하 는 학생들이 있다면 다시 생각해 볼 것을 권한다 어느 누구도 재 충전을 제안하지 않겠지만 마지 막 고등학교 여름을 낭비하는 건 근시안적인 방법이다 대학 진학 을 앞둔 상급생이 어떻게 남은 시 간을 활용했는지에 따라 대입의 결정적인 포인트가 될 수 있기 때 문이다 무엇보다 2~3주만 더 시 간이 있었다면 대입 지원서를 잘 끝낼 수 있었다는 걸 깨달을 때는 이미 늦다 아무리 11월과 12월에 열심히 기도해도 그 시간은 돌아 오지 않는다 방학이 끝나고 학교 로 돌아가면 11학년 때 못지 않게 수업과 특별활동 클럽 활동에 참 여해야 한다 게다가 10~15개의 대입 지원서를 끝내야 한다는 점 을 명심해야 한다 조언: 일찍 시작하라 올 여 름부터 당장 시작할 것을 조언한 다 UC지원서든지 공통지원서든 지 에세이에 쓸 아이디어를 떠올 려라 에세이 질문은 매년 비슷하 기 때문에 시간을 갖고 주제를 생 각하다 보면 흥미진진하고 의미 있는 경험담을 끌어내 쓸 수 있다 2지나친 자신감: 수년 동안의 관찰한 바에 따르면 학생들이 갖 고 있는 자신감의 레벨은 다양 하다 건강한 수준의 자신감이 있 는 학생이 있는가 하면 자신의 능력과 수준을 자신해도 다른 친 구들의 것과 비교하면서 더 노력 하는 학생도 있다 또는 제 3자를 통해 현실감을 갖게 되는 경우도 있다 한 예로 지원서 수속 과정 은 강인함과 근면성 등 개인의 특

성을 시험한다 40개가 넘는 에세 이(보충 에세이 포함)를 끝내야 하고 지원서에서 요구하는 조건 들을 살펴봐야 한다 일관되지 않 고 헌신적이지 않은 활동은 좋은 에세이나 인터뷰를 만들 수 없다 무엇보다 자신감이 과도하면 의 도치 않게 부정적인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 자신에 대한 과신으로 조 급하게 글을 쓴다 하지만 훌륭한 에세이는 밤새 써지지 않는다 이 는 무모한 일임을 기억해야 한다 조언: 현실을 반영한 자신감 이 필요하다 왜냐하면 최종 합 격자 결과가 말해주기 때문이다 계속 노력하고 가장 근사한 것을 시도하라 충분하다 이보다 더 이상 좋을 수 없다고 생각하더라 도 지원서가 제출되기 전에 다시 한번 검토하고 확인하자 3미성숙함: 지원서를 제출했 다고 모든 대입 절차가 끝나지 않 는다 최악의 경우 12학년도 쉽게 보낼 수 없다 12학년이 됐다고 방과 후 활동을 중단하거나 좀 덜 도전적인 활동을 하거나 학교 를 일찍 빠져나가 집에서 비디오 게임을 할 수 있는 때가 아니라는 것이다 첫 학기와 마지막 학기를 누구보다 열심히 해야 한다 AP 수업을 더 많이 듣고 학교의 대 표팀 선수로 활동하고 팀을 이끌 며 주말에는 튜터링프로그램이 나 주판을 가르치며 에세이 콘테 스트에 참여하고 장학금 지원서 를 작성하며 보내는 학생들이 넘 친다 이건 굉장히 중요하다 조언: 지친 사람들을 위한 휴 식은 없다 대입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는 졸업을 앞둔 4월이나 6 월까지도 대입 과정이 계속될 수 도 있다는 걸 인정하자 사실 대

기자 명단에 이름을 올리게 될지 는 아무도 모른다 그렇게 되면 대학들은 지원자의 12학년 때의 활동을 검토하기 때문에 게으름 을 부릴 여유가 없다 일반적으로 2월에 인턴십이나 연구활동 장 학금 수여 등 같은 내용을 추가로 보내면 대학이 다시 검토할 수 있 다 내년 봄을 위해 지금부터 12 학년을 끝낼 때까지 자전거 페달 을 밟듯이 계속 달려야 한다 4빈곤한 우선순위: 본질적으 로 이는 열악한 시간 관리 때문이 다 시간 부족으로 중요한 서류를 제때 요청하지 못하면 궁극적으 로 지원서의 품질이 떨어진다 지 원서를 작성하기 위해서는 교사 와 카운슬러 학장 학부모 코 치 심지어 동급생의 도움이 필요 하다 만일 교사에게 추천서 요청 을 깜박 잊었다가 마감 며칠 전에 부탁한다면 제대로 된 추천서가 나올 수 없다 카운슬러의 경우 성적표를 챙기고 추천서를 써줘 야 하는 학생이 수백 명에 달한다 는 점을 기억하자 조언: 선택의 여지가 없다 카운슬러나 어드바이저가 받는 부담을 덜어줄 수 있게 일정을 짜 서 진행한다 간혹 학생들은 숙제 나 시험결과보다 지원서가 더 중 요하다고 생각하지만 숙제와 시험 결과는 중요하다 제때 숙제를 내 면 수업에서 A를 받을 수 있다 또 시험공부를 하면 SAT 만점을 받을 수도 있다 최선을 다해 노 력하지 않고 관심도 보이지 않는 다면 결과는 빈약해질 것이다

5절반만 완성된 지원서: 대학 들은 매년 많은 양의 지원서를 접 수한다 아무리 이곳에 본인의 삶 과 인생이 담겨 있어도 심사를 기 다리는 수많은 지원서 중의 하나 일 뿐이다 지원서에 담은 내용은 사실상 지원자의 모든 것이다 그 렇기 때문에 아무렇지도 않게 학 부모가 자녀와 잠깐 앉아서 지원 서 내용을 훑어 보고 제출하는 건 피해야 한다 지금까지 보낸 10대 시절보다 더 긴 시간을 앞으로 지원서를 쓰 고 인터뷰와 오디션 등 대입 과정 을 통해 자신을 증명해야 한다 지원서의 모든 부분에 본인이 갖 고 있는 잠재력과 능력을 담아서 보여줘야 한다 조언: 지원서 작성을 도와줄 수 있는 신뢰할 만한 사람이 있다 면 도움을 부탁하고 인터뷰를 함 께 연습하자 6일찍 포기하기: 대입 절차가 시작되면 대개 가족들은 낙관적 으로 생각한다 일반적으로 사람 들은 끝까지 최선을 다할 것이라 고 확신한다 하지만 시간이 흐 르고 뭔가 계획대로 진행되지 않 고 장애물을 만나면 그 마음은 변 한다 엘리트 대학에 입학하는 건 성적이나 대입시험 점수 그 이상 의 것을 요구한다 바로 성격 원 동력 노력이다 그것은 삶과 같다 대학 입학을 쉽게 성공할 것이라 기대하는 건 비현실적이다 마치 인생에서 대박을 기대하는 것과 같다 사 람은 누구나 예상하지 못한 선택

과 결정을 내릴 때를 맞닥뜨린다 포기하고 돌아보지 않는 선택권 도 있다 하지만 현실을 직면할 수 있는 용기도 있으며 이를 새 로운 걸 시도하고 더 열심히 노력 하고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기회 로 받아들일 수도 있다 1지망 대 학에서 유보되면 다른 기회를 보 려고 하지 않는 학생이 있다 다 른 학생들은 상처를 딛고 실망에 대처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다 하지만 대기자 명단에서 벗어나 고 합격 결정이 유보된 대학에서 최종 합격 통지를 받은 학생들을 많이 봤다 이들은 원하는 아이비 리그 대학에 들어가기 위해 싸웠 다 조언:무언가 절실히 원하고 최선을 다했어도 예상대로 쉽게 얻지 못할 때가 있다 그럴 때는 성숙한 이성과 용기 열정으로 상 황을 대하고 접근해야 한다 다음 에 더 나은 기회를 얻을 수 있도 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 그래서 12학년이 중요하다 최선을 다했는데도 여전히 원 하는 대학에서 합격 통지서를 받 지 못할 수 있다 그래도 최선을 다했기에 후회는 남지 않는다 대 입 절차는 예행 연습이 없다 그 리고 순식간에 그 시간이 지나간 다 후회하지 말고 올 여름에도 끝까지 모든 일에 최선을 다하자

마리 김 원장 아이보리우드 에듀케이션 mkim@ivorywoodcom

시간 매주 수,금 저녁7시- 8시 수강료 $100 4주 총8회당 문의 972.242.9944

후원:

강사: Jin ㅣ 1999 - present. Jin Jiveturkeys 오리지날 멤버 ㅣ B-Boy city 5 champions ㅣ “Circus Style” originator

주최:

A


종합 10 4 미국

2018년 5월5월 14일 월요일 2018년 16일 수요일

갱신 요청했다 단속 우려  DACA 신청 저조 유효기간 만료에도 주저 9000명 추방자 신분으로 연방 법원이 추방유예(DACA) 프로그램에 잇따라 합법 판결을 내리고 있지만 정작 수혜자들은 갱신에 머뭇거리는 것으로 나타 났다 연방이민서비스국(USCIS)이 최근 발표한 DACA 통계에 따르 면 오는 2020년 3월까지 만료되는 케이스 69만3850건 중 2만6350건 만 갱신을 접수한 상태다

당장 이달 말 유효기간이 만료 되는 케이스는 7010건이지만 갱 신을 요청한 케이스는 2680건이 다 또 6월 만료 예정 케이스 역 시 5960건이나 이중 1750건만 갱 신을 요청한 상태다 이 같은 현상은 트럼프 행정부 가 들어선 후 DACA 중단 소송 을 계속 진행하면서 혼란을 주고 있는데다 언제 어떻게 바뀔지 모 르는 트럼프에 대한 불신과 불안 감 때문이라고 이민법 관계자들 은 전했다 실제로 트럼프가 DACA 프로

그램을 중단시킨 후 그동안 DACA의 보호를 받았던 9000명 의 불체 청년들이 추방 대상자로 신분이 바뀐 것으로 조사됐다 DACA 갱신 업무를 돕고 있는 이민법 관계자들은 해당자들에 게 빨리 갱신하라고 말하고 있지 만 사람들이 들으려고도 하지 않 는다며 괜히 갱신을 요청했다 가 단속 대상이 될 수 있다는 불 안감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USCIS에 따르면 DACA 프로 그램으로 지금까지 추방유예를 받은 불법 이민자는 80만 명에 달

세기의 경매로 8억불 기부한 록펠러 가문

인명피해 보고는 없어   13일 오후 5시 30분 이스탄불 아 타튀르크국제공항을 출발해 인천 국제공항으로 갈 예정이던 아시 아나항공 OZ552편 에어버스 A 330기종 항공기가 활주로로 이동 하던 중 날개로 터키항공 에어버 스 A321기종 항공기 꼬리 부분을 치고 지나갔다 이 사고로 터키항공 항공기의 꼬리부분 스태빌라이저(꼬리 부분의 균형을 잡는 수직날개) 가 완전히 꺾여 날아가고 화재

생전 모은 1550점 크리스티서 완판 주칠장 등 조선시대 공예품도 포함

시계방향으로 생전의 데이비드와 페기 록 펠러 부부 오른쪽은 남미 작가의 작품중 역대 최고가에 낙찰된 디에고 리베라의 경쟁자들(1931) 조선시대 목각인형과 조선시대 주칠장

[AP연합뉴스]

고 사회에 기부하겠다는 록펠러 부부의 뜻에 따른 것이다 부부는 생전에 컬렉션 경매를 계획했다 기부금을 받을 12개 단체도 20년 에 걸쳐 골라놓은 상태다 MoMA와 하버드대 록펠러대 음식과 농업을 연구하는 스톤반 스센터 등이 포함됐다 록펠러 부부의 아들인 데이비 드 주니어는 크리스티 매거진에 아버지와 어머니의 의견이 일치 해야만 중요한 작품을 샀다며 만개한 수련은 부모님 침실로 올라가는 계단 벽에 걸려 있었다 고 말했다 마티스의 오달리스크 역시 예상가 7000만 달러를 뛰어넘으 면서 마티스 작품 가운데 최고 낙 찰 기록을 경신했다 록펠러 부

  690 Wilshire Place, Los Angeles, CA 90005 Vol. XXXIII No. 3528 JoongAng Ilbo(USPS 066-730) is published daily except Sundays and Postal holidays that fall on Mondays for $ 240.00 including applicable California Sales Tax per year by JoongAng Ilbo, 690 Wilshire Place, Los Angeles, CA 90005-3930. Periodicals postage paid at Los Angeles, Calif. and at additional mailing offices. POST MASTER: Send address changes to JoongAng Ilbo, 690 Wilshire Place, Los Angeles, CA 90005-3930

Section A- U.S. Edition Section B- Korea Edition Section C-Sports Section D- Classified Ads Section G- Business

난해 9월 프로그램을 종료시켰 으며 이에 이민자 단체들은 연 방 정부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 했다 USCIS에 따르면 3월 말 현재 DACA 수혜자는 69만3850명이 며 이중 가주에서만 19만9230명 이 신청했다 국가별로는 한국 출 신이 7150명으로 멕시코(55만 3200명) 엘살바도르(2만6160 명) 과테말라(1만7920명) 온두 라스(1만6420명) 페루(7220명) 에 이어 6번째로 많다 장연화 기자

아시아나 여객기 터키 공항서 충돌

집안 유언 지킨 록펠러 손자 부부

현대미술관(MoMA)이 있는 뉴 욕 맨해튼 5354가는 원래 석 유왕 존 D 록펠러(1839~1937) 가문의 저택이 있던 곳이다 현대미술 애호가였던 록펠러 의 며느리 애비 앨드리치가 친구 두 명과 함께 MoMA를 만든 뒤 저택 터까지 기증했다 록펠러 가문의 손자이자 앨드 리치의 아들인 데이비드 록펠러 는 1915년 이 저택에서 태어나 지 난해 3월 102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동갑내기 아내 페기 (1996년 작고)와 함께 모은 소장 품 1550점이 최근 크리스티 경매 를 통해 완판됐다 뉴욕 언론이 세기의 경매라 고 명명한 페기데이비드 컬렉 션은 뉴욕 크리스티 경매장에서 8일부터 사흘간 진행된 경매를 통 해 총 8억2800만 달러에 낙찰돼 단일 소장자의 컬렉션으로는 사 상 최고기록을 세웠다 1~12일 온라인을 통해 판매된 600여점의 소액 컬렉션 낙찰금액 460만 달러까지 포함하면 8억 3000만 달러 이상이다 경매 수익 금은 전액 기부된다 유산을 자식에게 물려주지 않

한다 이들의 상당수는 미국에서 합법적으로 일을 하고 있거나 학 교에 다니고 있다 2012년 오바마 대통령의 행정 명령에 따라 시작된 DACA 프로 그램은 어릴 때 부모를 따라 불법 으로 입국해 살고 있지만 미국에 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범죄기 록이 없는 등의 조건을 갖췄을 경 우 2년 동안 미국에서 합법적으로 일하며 거주할 수 있도록 노동허 가증을 발급해왔으며 갱신도 허 용해 왔다 하지만 트럼트 행정부는 지

부가 후원한 디에고 리베라의 작 품 경쟁자들은 980만 달러에 낙찰돼 남미 작가의 작품으로는 최고 기록을 세웠다 이번 경매에는 록펠러 부부가 한국을 여행하면서 사들인 소반 과 주칠장 반닫이등을 포함한 전통공예품 22점도 선보였다 두 사람은 78년과 82년 두차례 한국을 방문해 통인시장을 샅샅 히 훑을 정도로 한국의 전통 공 예품에 관심이 많았다 그렇게 구입한 조선시대 주 칠장은 이번 경매에서 3만달러 정도에 낙찰된 것으로 알려졌 다 조선시대 목각인형 두 점 은 데이비드의 어머니 앨드리 치가 하버드대 입학 기념으로 선물한 것이다 코너 조던 크리스티 부회장은 이번 컬렉션을 보면 한국은 데 이비드와 페기에게 특별한 의 미가 있었다면서 허드슨 파 인스 집의 2층 복도에 주칠장을 세워뒀고 메인주 집 마당을 한국 조각상들로 장식했다고 뉴욕심재우 특파원 말했다

화산폭발 하와이섬 연방 재난지역 선포 지난주 잇단 강진과 용암 분출로 주민과 관광객 수천 명이 대피한 하와이주 하와이 섬(일명 빅아일 랜드)이 연방 재난지역으로 지정 됐다 데이비드 이게 하와이 지사는 12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재 난지역 선포 요청을 신속히 승인 해줬다며 하와이 주민의 안전 과 재난 복구를 위해 연방정부가 든든한 파트너가 돼줄 것이라고 말했다 연방 재난지역으로 선포되면 연방 차원의 재정지원이 가능해 진다 또 비상사태 발생시 군 병 력을 동원할 수 있다 앞서 이게 지사는 주 정부 차원 의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주 방위 군 병력을 동원했다 하와이 화산관측소와 연방지질 조사국(USGS)은 하와이 섬 동 단 킬라우에아 화산이 재폭발할

가 발생했다 화재는 공항 소방당국에 의해 꺼졌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보 고되지 않았으나 항공편 취소로 승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터키 언론이 공개한 사고 영상 을 보면 아시아나항공 항공기가 이동하면서 정지 상태로 보이는 터키항공 항공기의 꼬리를 치고 지나가는 것처럼 보인다 사고를 당한 터키항공 항공기는 나란히 서 있는 다른 항공기보다 이동경 로 쪽으로 돌출된 채 세워져 있는 듯한 모습이다

수 있다는 우려를 전했으며 하 와이 주 방위군은 주민 2000여 명을 대피시킬 계획을 마련했 다 주 방위군은 한 번에 100여 명 이동하는 육상 운송수단과 함께 블랙호크치누크 헬기를 띄 우기로 했다 킬라우에아 화산은 지난주 규 모 50과 69의 연속 강진 이후 모두 15개 분화구 균열에서 섭씨 1200도의 용암이 뿜어져 나왔으 며 레일라니 에스테이츠 등 인 근 주택가를 포함해 117에이커 (047㎢)의 면적을 용암이 뒤덮 은 상태다 용암 분출로 가옥과 건물 30여 동이 전파됐으며 용암이 도로에 주차된 차량을 집어삼키는 모습 도 포착됐다 하와이 화산관측소는 화산이 다시 폭발하면 화산재가 반경 5 6㎞까지 날아가고 용암과 함께 분 출된 암석덩이 등이 주택가에 떨 어질 수 있다면서 용암이 분출 하면 30분 안에 비상대피 작전을 실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신규 강좌 OPEN

▶ 강의 시간 및 장소 ·월요일 10:00~12:00 중앙일보 문화센터(Carrollton) ·목요일 10:00~12:00 중앙일보 문화센터(Plano)

▶ 강습비 월 $100 (※ 재료비 별도, 강사님을 통해 재료 일괄구매 가능)

▶ 강사 정혜연 서울 무형문화재교육전수관 인사동 쌈지사랑 규방공예연구소

규방공예란?

▶커리큘럼 1. 기초바느질법 2. 사각바늘방석 3. 9조각보 4. 원형바늘방석 5. 미니러너 6. 조각골무 7. 전통자수 기초 자수법 8. 문양자수 실전

양반집 규수들의 생활 공간이었던 규방에 모인 여인들이 침선(바느질)을 통해 다양한 생활용품을 만들던 것에서 유래한 전통 공예입니다.

텍사스

문의 _ 972-242-9944 A


11 13

기획 종합

2018년 5월 16일 2018년 5월 12일수요일 토요일

싱가포르는 지금  북한 대사관 “북·미 회담 잘될 거다, 기대해 주시라” 북·미 정상회담 어디서 열리나 ※회담 개최 장소 후보지 3곳

전수진 기자

말레이시아

싱가포르를 가다 창이국제공항

다음달 북·미 정상의 첫 만남이 이 뤄지는 싱가포르. 그 번화가에 자리 한 북한대사관에선 11일 오전(현지 시간) 내내 굳게 닫힌 유리문을 통 해 간간이 전화벨 소리와 타자 치는 소리가 새어 나왔다. 랜드마크이자 북·미 정상회담 개최 장소로도 꼽 히는 마리나베이 샌즈 호텔로부터 차량으로 약 8분 거리에 있는 33층 짜리 주상복합건물의 15층 1501호 다. 대사관이라기보다 사무실 느낌 이다. 유리문 옆엔 금속 재질 문패에 한글로 ‘싱가포르 공화국 주재 조선 민주주의인민공화국 대사관’이라 고 적혀 있다. 문을 두드렸다.  안에서 곧 누군가 한국어로 “네” 라고 답했고 곧이어 남성 직원이 나 왔다. 그는 유창한 영어로 “소속이 어디냐” “지금은 양측이 협의 중인 상황이라 말할 수 있는 것이 없다” 고 딱딱하게 말했다. 그러다 중앙 일보에서 왔다고 소속을 밝히며 명 함을 건네자 한국어로 “남조선에선 (온 기자는) 처음”이라며 환한 표정 을 지었다. 이때부터 대화는 한국어 로 진행됐다.  -북·미 정상회담이 12일 어디에서 열 리나. 샹그릴라 호텔이 유력하다던데.

 “샹그릴라 등 많은 호텔 얘기가 나온다. 아직은 잘 모른다.”  -미국 측과 협의는 어떻게 되어가나.

 “대화 상대방이니 (평양에서) 협 의를 하지 않겠나. 수뇌(정상) 회담 인 만큼 너무 높으니까. 우리가 직접 할 건 아니고. 우리는 잘 모르겠다. 하여간 뭐가 있으면 알려 드리겠다. 곧 알려주게 될 거다. 기다려라.”  -첫 북·미 정상회담인데 북측 분위 기는.

 “많이 기대해 달라. 잘될 거다. 우 리 마음대로 하는 건 아니니까. 상

센트럴 워터 캐치먼트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

평양

리조트 월드 센토사

4800

마리나 베이샌즈 호텔

싱가포르

싱가포르해협

샹그릴라 호텔 전경

북·미 정상회담이 다음달 12일로 예정되자 많은 기자가 싱가포르 주재 북한대사관을 찾았다. 북한대사관의 1등 서기관(왼쪽)이 11일 사무실 앞에서 국내외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 고 있다.

[연합뉴스]

5성급 호텔 관계자 협의차 방문 북한 직원, 잡지 주며 “또 만나자” 미 대사관은 “공개할 것 없다” 신중 중국·대만 첫 정상회담 열렸던 샹그릴라 호텔 회담 장소 1순위

대가 있는 것이고. 기대해 주시라.”  해당 직원은 얼굴 사진 촬영은 거 부하면서도 만면에 웃음을 지으며 “우리 민족끼리라고 하니까 반갑네. 또 만납시다”라고 말했다. 기자가 대사관 안에 들어가는 것은 제지했 지만 고압적인 태도는 아니었다. 그 는 “또 만나자”는 인사를 하곤 들어 갔다. 그러곤 잠시 후 나와선 “우리 민족이니 선물이야”라며 북한에서 발행하는 영문 잡지 ‘Korea Today’ 와 ‘Korea’ 5월호 두 권을 건넸다.  당초 예상과는 사뭇 다른 응대였 다. 현지인들은 이는 평소의 북한대 사관 분위기와 다르다고 귀띔했다.

같은 15층에 입주한 여행사의 현지 인 직원은 “평소엔 북한대사관이 있는지도 모를 정도로 조용했다. 북 한대사관은 외부와의 접촉도 철저 히 차단하는 걸로 알고 있었다”고 전했다. 건물 관리인인 메바나 탄도 “평소엔 사전 승인이 되지 않은 사 람은 절대 올려 보내지 말라고 신신 당부를 하곤 했다”며 “(북·미 정상) 회담을 앞두고 분위기가 좀 달라진 것 같다”고 말했다.  북한대사관뿐 아니라 싱가포르 전체가 북·미 정상회담으로 떠들썩 한 분위기다. 영문 일간지인 스트레 이츠타임스는 “싱가포르의 브랜드 파워를 높일 수 있는 특별한 기회” 라고 보도했다. 싱가포르 외교부도 전날 환영 성명을 내고 “도널드 트 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회 담을 개최하게 되어 기쁘다”고 했다.  이에 비해 주싱가포르 미국 대사 관은 조심스러운 태도를 유지했다. 카미유 도슨 대변인은 e메일 문의에 “현재로서는 공개할 수 있는 사항 이 없다”며 “백악관을 지원해 다가

올 정상회담을 계속 준비할 것”이라 고 답했다.  이날 북한대사관은 바쁜 기색이 역력했다. 11일 오전에만 여러 방문 객이 있었는데, 싱가포르 현지 5성 급 호텔 관계자가 “협의차 왔다”고 문을 두드리기도 했다. 회담 개최 장 소와 김정은 등 북한 최고위급 인사 들의 숙소 등을 알아보는 것으로 보 였다.  현재 싱가포르 내 회담 개최 장소 로는 세 곳이 유력하다. 1순위로는 샹그릴라 호텔이 꼽힌다. 싱가포르 의 명소로 꼽히는 이 호텔은 2002년 부터 연례 안보 국제회의인 ‘아시아 안보회의’(일명 샹그릴라 회의)의 개최지로도 유명하다. 아시아 각국 국방 관계자들이 총 집결하는 회의를 매년 개최하면서 쌓은 보안 및 행사 진행 노하우가 있 는 데다 호텔 규모도 트럼프 대통령 과 김정은 모두를 만족시킬 정도로 고급이라는 평가다. 2015년 시진핑 (習近平) 중국 국가주석과 마잉주 (馬英九) 당시 대만 총통이 66년 만

의 첫 정상회담 장소로 낙점한 곳이 기도 하다.  마리나베이 샌즈 호텔도 물망에 오른다. 객실수만 2500개에 달하는 초대형 카지노 복합리조트로 싱가 포르의 상징이라는 점에서 거론된 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의 친구이자 후원자인 셸던 애덜슨 샌즈그룹 회 장이 공사 발주에 참여해 미국 측에 서도 호감 지수가 높다. 쌍용건설이 국내 건설사가 시공 한 단일 해외 건축물로는 최고가인 9195억원에 공사를 따낸 곳이라는 의미도 있다. 그러나 스트레이츠타 임스 등 현지 언론은 이 호텔은 관광 객 숫자가 많아 경호 등에서 통제가 어렵고 접근 도로가 제한되는 등 교 통 사정이 좋지 않다는 점에서 점수 를 낮게 줬다. 3순위로는 싱가포르 관광의 상징인 센토사 섬의 센토사 리조트도 회자된다. 대형 아쿠아리 움 등이 있어 관광객이 많이 찾는 곳 으로 6개 안팎의 호텔이 있으나 규 모는 작은 편이라는 지적이다. chun.sujin@joongang.co.kr

보내실 곳:텍사스 중앙일보 이메일 dallas@koreadailytx.com / ⓣ 972-242-9200 houston@koreadailytx.com / ⓣ 832-366-7720 austin@koreadailytx.com / ⓣ 512-537-1062

독자 여러분의 의견과 제보를 기다립니다. 여러분이 보내주신 내용은 중앙일보 지면을 통해 소개되거나 편집국 관련부서로 전달되어 기사화 될 수 있습니다.

노진필 집수리 전문의사 “내 집처럼 정성껏 수리해 드립니다” “50년 집수리 및 페인트 경력으로 최상의 서비스를 보장합니다” “DFW 지역 어디나 이용 가능합니다”

01 페인트 ◀내/외부 페인트 ◀벽, 천장 틈사이 테잎메꿈 ◀쉬락 보수(변경)

T. 972-966-9810

02

건축

◀집, 울타리, 바닥타일 보수 및 변경 ◀부엌 후드냄새 제거 ◀금간 벽돌 구조물 보수 시멘트 ◀부엌 케비넷 때 제거 및 광 내드림 A


6 12

내달 12일 북·미 정상회담 한국

2018년 5월 14일 월요일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내퍼 “CVID·PVID 용어 달라도 결국 WMD 없애자는 것” <대량살상무기>

미 대사 대리가 보는 북·미 회담

현 단계 초점은 북핵·미사일 목표 미국, 북 핵과학자 통제도 나설 것 북, 미·중 사이 시소외교 한다지만 트럼프시진핑 북핵 해결 협력 트럼프 “밝은 미래 도울 것” 발언엔 북 주민 삶·경제·인권 개선도 포함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 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싱가포르 정 상회담을 한 달 앞두고 북·미 양측 의 비핵화 조치와 보상에 대한 논의 의 깊이와 속도가 파격적이다. 지난 11일 마크 내퍼 미국대사 대리를 서 울 정동 대사관저에서 만났다. 내퍼 대사 대리는 현재 상황과 관련, 트럼 프 대통령이 지난해 11월 방한 당시 “북한이 옳은 선택을 할 경우 북한 에 보다 나은 미래를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고 연설한 내용을 인터뷰 중 수차례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에 대해

마크 내퍼 미국 대사 대리가 11일 서울 중 구 정동 대사관저에서 인터뷰하고 있다. 김경록 기자

적 변화, 비핵화에 대한 진정성을 읽어

심을 가진 적도, 현상유지(status quo)를 깨려 군사력을 사용한 적도 없다”며 “유럽처럼 다자안보조약기 구가 없는 동북아에서 미국은 앞으 로도 동맹국들과 역내 평화와 안정 을 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 면서 “북한 핵·미사일 문제 해결은 동북아에서 그 같은 환경을 조성하 는 일이고, 트럼프 대통령의 말처럼 북한과 함께하는 우리의 노력은 새 로운 챕터의 시작이며, 이는 한반도 뿐 아니라 세계의 평화를 위한 일” 이라고 강조했다.

냈다는 얘기인가.

 -미·중을 넘나드는 김정은의 외교가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북한 지도부에 희망과 비전을 제시했다. 경제·외교·군사적 압박을 하면서 도 고립과 대결에서 벗어나는 옳은 선택을 한다면 북한과 주민들의 삶 과 경제, 인권에서 밝은 미래가 주 어질 것이라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 은 김정은이 이런 선택을 받아들 이고 변화하기 시작했다는 얘기를 한 것이다. 북한이 근본적인 전략 적 변화를 선택했는지, 아니면 단 기적·전술적 선택을 했는지는 봐야 한다. 정상회담이 그래서 중요하 다. 다만 지금까지의 징후는 긍정적 이고 희망적이다.”  -북·미 간 접촉 과정에서 김정은의

주목받고 있다. ‘세기의 전략가’란 농

“그의 나라를 현실세계로 이끌어내려 고 하는 것 같다”고 했다. 북한의 전략

언급에 중국식 또는 베트남식의 경제 발전을 추구한다는 게 있었나.

 “그건 좀 파악해야 하겠지만 가 장 중요한 일을 맨 먼저 해야 한다. 비핵화다. 경제 지원, 평화체제 이런 것은 그다음이다. 불법적 핵·미사일 프로그램 폐기에 응하면 북한은 무 엇이든 가질 수 있다.”  내퍼 대사 대리는 향후 동북아에 서 미국이 그리는 구도와 관련, “제 2차 세계대전 이후 미국은 영토 야

반 진반 평가도 나온다.

 “오랜 기간 북한으로부터 들은 얘기는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 소 식이었다. 김정은이 세계의 더 많 은 지도자를 만날수록 북한이 얼 마나 고립돼 있는지, 핵·미사일 프 로그램을 포기하면 얼마나 많은 것 을 얻을 수 있는지를 알게 될 것이 다. 김정은이 미·중 두 나라를 오가 며 시소외교를 한다고 하는 이들은 미·중 관계를 제로섬 게임으로 보 기 때문이다. 하지만 아니다. 미·중 은 북한 비핵화를 통해 위협을 제 거하고 종국적으로 북한을 국제사 회 경제망으로 끌어 내겠다는 공 동의 목표가 있고 협력하고 있다. 김정은이 다롄에서 시진핑을 만 난 그날 시 주석과 트럼프 대통령 은 전화 통화를 했다. 19세기 유럽 에서 외교 게임이 벌어지던 때와는 상황이 다르다.”  -평창 겨울올림픽 이후 한반도 정 세 변화가 빨라졌고 남북 정상회담은 드라마틱했다.

 “감동적인, 역사적인 이벤트였다. 평창 이전에 한·미 정상이 취임 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1일 백악관에서 열린 글로벌 자동차업체 대표들과의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트럼프 대 통령이 수입 자동차에 20% 관세를 부과하고 더 엄격한 배기가스 배출 기준을 적용할 수 있음을 시사했다고 미 언론들이 12일 보도했 다. 왼쪽은 짐 해킷 포드 CEO.

부터 신뢰를 쌓고 비핵화와 남북한 관계의 진전 병행, 최대한의 압박과 대화 병행, 비핵화 목표 달성 때까지 압박 지속 원칙에 함께했기에 가능 한 일이었다고 생각한다. 나는 2000 년 김대중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 원장의 첫 남북 정상회담 때 서울에 있었고 매들린 올브라이트 국무장 관이 평양에서 김정일을 만났을 때 함께 있었다. 지금의 모멘텀이 북한 의 비핵화, 나아가 한반도의 평화· 화해로 이어지고 북한 주민들이 더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는 기회로 이 어지길 진심으로 바란다.”  -2000년 정상회담 때와 지금 상황 의 차이는 무엇인가.

 “당시엔 미국·중국·러시아 등 주 변국들 중심의 이슈였다면 지금은 전 국제사회의 이슈로 커졌다는 점 이다. 북한이 핵·미사일 무기를 개 발한 것이 결정적인 계기다.”  -북한은 핵 개발 노하우를 갖고 있 다. 비핵화 과정에 핵기술 인력의 통제 필요성이 제기되는데.

 “정상회담이 끝난 뒤 전문가 레벨 에서 다뤄질 것 같다. 비핵화 대상은 핵탄두와 미사일, 연구개발 시설, 저 장고, 핵연료 제조 및 재처리 시설, 인력 등이다. 우리가 얘기하는 비핵 화는 북한의 현재 핵과 다시 핵 개 발을 시도할 수 있는 잠재적 핵 능력

[AP=연합뉴스]

까지 포함하는 것이다.”  내퍼 대사는 미국이 생화학무기 같은 대량살상무기(WMD)를 포함 하는 강화된 비핵화 원칙(PVID)를 주장하다 다시 기존의 CVID로 문 턱을 완화한 것 아니냐는 논란에 대 해 “용어의 차이, 그 해석에 너무 의 미를 두지 말았으면 좋겠고 다만 현 단계 초점은 핵·미사일 프로그램의 폐기”라고 강조했다. 그는 “지금 (핵 이 아닌) 다른 형태의 대량살상무기 를 언급하지 않는다고 해서 다루지 않는다는 것이 아니다”며 “우리의 목표는 한반도에서 핵과 생화학무 기 등 불법적 대량살상무기를 다 제 거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내퍼 대사는 평화체제와 남·북· 미 3자 또는 남·북·미·중 4자회담 논 의와 관련해 “정상회담 결과를 지켜 보자”며 “그런데 분명한 건 평화체 제, 경제지원, 인프라 개발 등 모든 것이 비핵화 뒤에 와야 한다는 점이 고, 최우선 순위는 불법적 핵미사일 무기 폐기”라고 강조했다. 그는 안전 보장과 관련해서도 “미국은 북한의 심각한 숱한 도발에도 지난 65년 동 안 적대적 의도가 없음을 분명히 했 고, 단 한 차례도 군사적 공격을 하 지 않았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과 마주 앉

해준다는 국내외 비판이 있다. 인권 이

는 것 자체로 독재자의 정당성을 인정

kim.sujeong@joongang.co.kr

슈는 회담 의제에서 빠지는지.

 “미국은 분명하게 북한에서 벌 어지는 인권 문제를 강하게 지적 하고 있다. 지난주 워싱턴 국제북 한인권주간 행사가 열렸고 앞서 북한인권 보고서도 냈다. 인권 이 슈 제기를 완화하려는 게 아니다. 이번 정상회담은 지구적 위협인 북한의 핵을 해결하려는 회담이 다.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해 11월 연설에서 밝힌 ‘그들의 밝은 미래 를 도울 준비가 돼 있다’고 한 것 에는 주민들의 삶, 경제, 인권 개 선이 포함된다.”  -다음 부임 때는 한국이 통일되는 순간이 아닐까.

 “다시 근무할 기회가 되면 좋겠 다. 내가 서울에 있든 없든 한국의 통일을 진심으로 희망한다. 이렇게 중요한 순간에 여기 있을 수 있어서 행운이고 축복이다. 대사가 부재 중 이지만 600명의 훌륭한 남녀 직원 들이 팀을 이뤄 잘해 나가고 있다. 자부심을 느낀다.”  지난해 1월 마크 리퍼트가 떠난 뒤 1년4개월째 대사직을 수행 중인 내퍼는 해리 해리스 전 태평양사령 관이 인준 절차를 거치고 부임할 때 까지 근무하게 된다.   김수정 기자

Koreadaily Texas

텍사스 중앙일보 광고 영업사원 모집 텍사스 전역 한인사회 및 주류사회 소식을 가장 빨리 전하는 텍사스 중앙일보에서

텍사스 중앙일보와 함께 성장할 광고 영업사원을 모집합니다. 많은 관심과 지원 부탁 드립니다. 자격 요건

성실하게, 묵묵히 광고 영업하실 분

대우

협의 후 결정

문의

972-215-9985

T. 972.242.9200 O1d Denton Rd. #106, Carrollton, TX. 75007

A


8

지방선거, 총선보다 중요하다 D-30

한국 2018년 5월 14일 월요일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13

이슈도 인물도 없는 지방선거  북미 정상회담에 묻혔다 투표 하루 전 트럼프김정은 만남 파괴력·화제성 다 밀리는 모양새 여권 지지 높아 야당 후보들 고민 보수적자 경쟁에 야권연대도 감감 13일은 지방자치의 근간인 6·13 지방선거가 꼭 한 달 남은 날이었다. 그러나 시민들의 일 상에서 선거는 아무런 이슈가 되지 못하고 있 다. 한창 갑론을박을 벌일 정치권에서도 선거 열기가 뜨뜻미지근하긴 마찬가지다.  여야 지도부는 이날 지방선거에 출마하는 현역 의원 네 명의 의원직 사퇴를 위한 본회의 개최 문제로 힘겨루기를 벌였을 뿐 선거와 관 련해 별다른 얘기를 주고받지 않았다. 더불어 민주당의 새 원내 사령탑이 된 홍영표 원내대 표는 이날 열린 첫 기자간담회에서 “내일(14 일) 본회의에서 4명의 사퇴서를 처리할 것”이 란 말 외에 선거 관련 언급은 하지 않았다.  이번 선거는 문재인 대통령의 높은 지지율 에 기댄 민주당과 ‘드루킹 특검’에 올인하다 시피 한 제1야당 자유한국당이 대결하는 구 도로 치러지고 있다.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지 1년 남짓이어서 선거가 중간평가 성격을 갖기 도 애매하다. 2010년 지방선거를 달구었던 ‘3 무(무상급식-의료-보육) 1반(반값 등록금)’ 등 대형 정책 이슈도 찾아보기 어렵다.  여기에 북한을 둘러싼 미증유의 외교안보 환경이 선거 관심 끌기에 찬물을 퍼부었다. 4·27 남북 정상회담에 이어 최근 북·미 정상회 담의 날짜도 선거 바로 전날인 6월 12일로 확 정됐다. 북·미 회담과 지방선거라는 대형 이 벤트가 엇비슷한 날짜를 향해 평행선으로 달 리는 모양새인데 파괴력과 화제성 모두 지방 선거가 밀린다.  사정이 이러니 야당 후보들이 급해졌다. ‘당 대(對) 당’ 구도가 작동되지 않아 후보 개 개인의 각개 격파로 방향을 트는 모양새다. 한국당의 남경필 경기지사 후보는 이날 기자 회견에서 민주당 이재명 경기지사 후보가 친 형과 형수에게 한 욕설이 담긴 음성 파일을 언급하며 “그 파일 내용은 인간성 말살, 여성 에 대한 폭력, 권력 갑질의 전형으로 민주당 은 후보를 당장 교체하라”고 주장했다.  서울 사정도 닮은꼴이다. ‘차기’를 논할 때 빠지지 않는 민주당 박원순, 바른미래당 안철 수 후보가 직접 나섰지만 별다른 이슈가 되 지 못하고 있다. 안 후보는 이날 서울시 권역 별 개발 계획을 발표하면서 “박원순의 페인트 칠과 환경미화가 아니라 안철수의 4차 산업과

 13일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운데)는 부산항 국제컨벤션센터에서, 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앞줄 가운데)는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 조배숙 민주평 화당 대표(왼쪽 둘째)는 전주 화산체육관에서 열린 각 당 ‘6·13 지방선거 필승대회’에 참석해 지역 후보를 응원했다.

창업을 통해 서울이 살아날 수 있다”며 “(유 권자들이) 북핵 폐기 관련에 관심이 쏠려 있 지만 서울을 살릴 비전을 꾸준히 내놓고 판단 을 기다리겠다”고 말했다.  이런 움직임에 대해 여당 후보들은 사실 상 무대응 전략을 펼치고 있다. 박원순 시장 은 아예 당내 경선을 위해 꾸렸던 선거 캠프 를 해체한 상태다. 14일 예비후보로 등록할 예정인데 시장 권한 정지 전 마지막 일정도 정치적 행보를 배제하고 서울의료원 방문으 로 정했다.

 이재명 후보 측도 남 후보가 언급한 파일 에 대해 고강도의 대응은 하지 않고 있다. 선 거구도가 유리한 마당에 진흙탕 싸움은 피 하는 게 낫다는 계산이다. 이 후보는 당 경선 때도 전해철 의원 측의 ‘혜경궁 김씨’ 공세에 대해 비켜 가기로 일관했다.  과거 같았으면 난국 타개책으로 후보 단일 화 논의가 일었을 법하다. 그러나 이번엔 ‘보 수 적자’ 경쟁을 벌이는 한국당과 바른미래당 의 다툼이 격화돼 야권 연대는 일찌감치 물 건너간 상태다.

송봉근 기자, [뉴스1]

 한국당의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는 안철수 후보를 겨냥해 “단일화하려면 안철수와 박 원순이 해야 맞다. 7년 전 박원순 시장을 만든 산파가 벤처 신화 안철수”라고 못박았다.  손병권 중앙대 정치학 교수는 “평창 겨울 올림픽부터 남북 정상회담, 북·미 정상회담까 지 북한 관련 이슈가 블랙홀처럼 모든 것을 빨 아들이는 형국”이라며 “선거에 대한 무관심 이 낮은 투표율로 이어지지 않도록 사전투표 기간을 연장하는 등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권호 기자 gnomon@joongang.co.kr

남경필이재명 욕설파일 충격  알고 공천했다면 비정상적 마나 많은 도민에게 갈등과 분노의 갑질을 일 삼을까, 공적인 분노가 치밀어 이틀 밤을 꼬박 상식 이하 인격민주당, 후보 교체를” 새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상식 이하의 인 격을 가진 이 전 시장을 선거 파트너로 인정할 이재명 극히 일부분 녹음 조작 왜곡 수 없다”며 “민주당이 폭력과 갑질에 눈감는 정당이 아니라면 후보를 당장 교체해야 한다” 남경필 자유한국당 경기지사 후보가 13일 이 고 주장했다. 남 후보는 추미애 민주당 대표 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과거 ‘형수 욕설’ 를 향해 “이 파일을 듣고도 공천을 했다면 정 문제를 거론하며 민주당에 후보자 교체를 요 상적 판단이 아닐 것”이라며 “민주당이 추구 구했다. 하지만 이 후보 측은 남 후보가 경쟁 하는 가치와 철학·도덕적 기준에 이 전 자의 ‘가슴 아픈 가정사’를 선거에 끌어들여 시장이 부합한다고 생각하느냐”고 비판했다. 악용하고 있다고 반격했다.  남 후보는 이날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후보가 욕설 파문에 휩싸인 “최근 문자나 SNS로 이재명 전 성남시장이 건 성남시장 시절인 2012년이다. 당 자신의 친형과 형수에게 한 충격적 폭언 음성 시 한 언론이 이 후보가 친형과 형수 텍사스 중앙일보 문화사업부에서는 미 중남부 지역 파일이 전달돼 왔고 4개의 파일을 이틀 전 들 에게 한 폭언이 담긴 음성파일의 2018 중앙일보 예술공모전을 보도했고, 이후 이개최합니다. 문 었다”며 “만약 (이 후보가)텍사스 지사가 된다면 얼 존재를

“친형형수에게 한 폭언 최근 들어

2018

제는 이 후보가 선거에 나올 때마다 수면 위 해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 사건 로 떠올랐다. 하지만 2016년 5월 대법원에서 은 셋째형님이 성남시장인 저를 이용해 이권 해당 파일의 공개금지 가처분 결정과 함께 공 개입을 시도하려다 제가 봉쇄하면서 생긴 갈 Korea Daily Texas 등이 원인”이라며 “제가 형님과 인연을 끊자 개자에 대해 배상 판결을 내린 상태다. Art Contest  앞서 홍준표 한국당 대표도 이 후보를 겨냥 형님은 어머니를 통해 저에게 접근을 시도했 해 “자기 형님이나 형수에게 입에 담지 못할 고, 그 과정에서 형님 부부가 어머니에게 패악 쌍욕을 하는 사람”이라며 “그것만 유세차에 질을 해 제가 화가 머리끝까지 치밀어 형수에 틀어놓으면 도민들이 절대 안 찍는다”고 말 게 항의 전화를 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했다. 남 후보가 ‘형수 욕설’ 문제를 꺼낸 것은  이 후보는 “성적 막말은 제가 아니라 형님 불리한 판세를 의식한 승부수라는 분석이 나 부부가 어머니에게 한 패륜폭언인데, 이들은 온다. 남 후보 캠프 관계자는 “일반 유권자 수많은 통화를 모두 녹음한 후 이중 극히 일 들 사이에선 이 음성파일을 들어본 사람 부를 가지고 제가 형수에게 성적 폭언을 한 것 이 별로 없는데 이 후보 인격의 실체를 으로 조작 왜곡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형님 알고 나면 도저히 찍어줄 수가 없을 것” 요구대로 했으면 형제간 갈등으로 인한 망신 이라고 주장했다. 한국당은 이 음 은 면했겠지만 친인척 비리 때문에 오늘날의 내 인재발굴 및 육성을 위한 문화사업의 일환으로 성파일을 공개하는 방안을 법 정치인 이재명은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남경필 률적으로 검토 중이다. 이에 대  김경희 기자 amator@joongang.co.kr

텍사스 중앙일보

북미 지역의 권위 있는 예술공모전으로 자리잡고 있는 텍사스 예술공모전은 텍사스 중앙일보와 H Mart가 주최하고 지역 한인단체와 업체가 후원합니다. 오늘이 공동 의원사직서 처리 시한 ‘원포인트 본회의’놓고 막판 대치 접수기간

4 15일(일) ~6월16일(토)

민주당 “정쟁 도구로 삼아선 2018 년안 돼” 월 한국당 “추경·특검과 패키지 타결”

홍영표김성태접촉  협상물꼬여지 정세균 국회의장이 소집한 ‘원포인트 본회

14일 본회의를 열겠다고 예고했다.  홍영표 민주당 신임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에서 사직서를 처리 못하면 4개 지역구 구민 들의 참정권이 1년 동안 박탈당한다”며 본회 의 개최의 불가피성을 강조했다. 한국당·바른 미래당이 본회의를 거부해도 민주당을 비롯 해 진보성향 의원들을 다 끌어모으면 과반 의

문의 중앙일보 문화사업부 972-242-9944  반면 장제원 한국당 수석대변인은 “일방 서 처리에는 부정적이다. 유승민 당 대표는 9일 “의원 사직서중앙일보) 처리는 민생과 적인 본회의 개의는 야당의 더 격렬한 저항 지난 자세한 사항은 www.koreadailytx.com 및 Facebook(텍사스 참조 관계 만 야기할 것”이라며 “추경, 특검법, 국회의 없는 일인 만큼 결코 협조해서는 안 된다”는 원 사퇴 처리를 패키지로 타결해야 한다”고 원칙을 밝혔다.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도 “여 A 국회의 주장했다. 한국당은 이날 심야 의원총회를 러 현안이 쌓여 있는데 퇴임을 앞둔 열어 대응책을 논의했다. 특검안을 공동발 장이 독단적으로 처리하는 것은 안 된다”고 의한 민주평화당을 설득해 본회의에 불참토 말했다.


14 오피니언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송호근 칼럼]

52시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되면서 저소득 근로자가 최대 피해자

송호근 중앙일보 칼럼니스트·서울대 교수

청와대부터 고집부리지 말고

대한민국의 노동시계가 52시에 멈췄다. ‘소득 주도성장’ 사령부의 준엄한 명령이다. 일인 당 국민소득 3만 달러에 도달한 나라의 국격 을 지켜야 한다는 비장한 결단이 장시간 노 동에 조종을 울렸다. 기대하던 바다. 육신을 지치게 만들었던 ‘장시간 저임금’의 세계적 불명예는 이걸로 말끔히 씻길 것이다. 대한민 국은 저녁 있는 삶, ‘단시간 고임금’이란 신 세계로의 진입을 눈앞에 두고 있으니 장대하 고 야무진 결행에 박수를 보낸다. 아름답다. 그러나 결코 아름답지 않은 방식으로 밀어붙 이는 게 불안하다. 방송국 기사 K모씨는 요즘 머리가 아프다. 아침저녁 특근을 못 하면 월 50만원 정도 소 득이 줄어든다. 월급의 15%다. 미국발 금리 인상이 주택담보대출 이자율을 자극할 거란 소문에 재작년 겨우 마련한 성남시 아파트를 처분할지 장고에 들어갔다. 단골 술집에는 투 잡을 찾는 이가 늘었다. ‘이게 서민을 위한 정책인가요?’ 문재인 정권 열혈 지지자인 K 씨는 종잡을 수 없다. 편의점 알바 L씨는 3 시간짜리 단타 고용을 서너 개 해야 한다. 이 동시간과 교통비 손실이 크다. 주휴수당 때문 에 주 15시간 고용을 피하고 보자는 사장의

유연근무·탄력근무제 허용하고 저소득층 특례업종 늘려야 한다

궁여지책에 유탄을 맞았다. 52시에 멈춘 노 동시계로 결정타를 맞은 집단이 건설노동자, 계절노동자다. ‘저녁 있는 삶’을 보내고 ‘잠 설치는 밤’을 버텨야 한다. 소득주도성장을 향한 야심찬 정책들은 ‘이 론적’ 수혜대상자를 ‘실질적’ 궁지에 몰아넣 었다. 기업도 마찬가지다. 충북 소재 면 생산 중견기업은 최근 기업분할을 결정했다. 340명 을 170명씩 쪼개 노동시간 단축 적용을 2020 년까지 모면하려는 궁색한 대응이다. 어떤 대 기업 납품업체는 R&D파트와 생산파트를 분 할했다. 정부의 규제망을 일단 벗어나고 신규 채용에 고용지원금도 받을 수 있다는 계산이 섰다. 언제는 ‘히든챔피언’이 되라 하더니 이 제는 잘게 잘라야 생명을 연장한다. 자동차 공장, 힘센 노조원은 연 2000만원에

달하는 잔업수당에 중독됐다. 연 1억원 소득 을 유지하려면 주말 특근을 해야 한다. 그러 나 52시 노동시계는 이들의 중독증에 쐐기를 박았다. ‘임금 삭감 없는 노동단축’을 투쟁 목표로 내건 금속노조를 정부 대신 기업주가 상대해야 한다. 인건비 폭등에 울고 싶은 농 민의 심정을 헤아리는 사람은 없다. 현 정권이 중시하는 하층 노동자, 영세업 종사자들이 소득주도성장 정책의 최대 피해 자라는 것은 아이러니다. 투잡 뛰는 사람을 양산하고, 중소 상공인에게는 인건비 폭탄을 안겼다. 작년 대비 인건비 부담이 15% 늘었 다. ‘알바천국’은 파트타임 일자리가 작년 대 비 12% 줄었다고 집계했다. 이런 추세가 반 전될까, 이대로 주저앉을까? 청와대 정책팀 은 초조하다. 반전일까, 바닥일까를 정확히 예측할 이론과 근거가 없다. 최저임금의 경 우에도 미국의 연구 결과는 엇갈린다. 뉴저 지주에서 최저임금 인상의 고용감축 효과는 미미했지만, 시애틀에서는 특히 저숙련 노동 자에게 부정적 충격이 집중됐다. 청와대 정 책팀은 그저 최저임금 인상분과 신규 채용 지원금을 살포해 상황 반전을 애타게 기다 릴 수밖에 없다.

잠복근무하는 형사, 장거리 버스 기사, 간 병사, 복지사, 서비스 근로자 등 52시를 밥 먹듯 넘는 직업군들에게 노동시간 단축이 가 뭄 끝 단비가 되려면 생계비를 우선 낮춰줘 야 한다. 주거, 교육, 양육에 드는 돈 말이다. 이건 경제정책 몫이다. 그런데 기획재정부, 국토부, 교육부 수장들은 수수방관, 남의 일 이다. 남북관계팀이 발휘한 팀워크 2할만 보 여줘도 미책(美策)이 졸책(拙策)으로 전락하 지는 않을 것이다. 서민은 실험 대상이 아니다. 졸책 전락, 급 기야 대참사로 끝나 남북회담의 놀라운 성과 를 다 까먹을 위험을 막을 시간과 방법은 아 직 있다. 청와대가 고집 피우기를 일단 중단 하고, 부문별 특성에 따라 유연근무제와 탄 력근무제를 허용하는 일이다. 밤낮 없는 연 구전문직, 복지서비스 등 특례업종을 조금 더 늘려주고, 최하위 소득계층 10%에 한해 8시 간 연장근로를 더 허용하면 된다. 100인 미 만 중소 사업장은 사정에 따라 노사합의로 근로시간을 결정하되 탄력적 근무 적용 시한 을 현행 3개월에서 6개월로 연장하기를 바란 다. 미국, 일본, 독일이 그런 유연성을 발휘 하는 나라다. 정책의 퇴색도 아니고 정책 의 의를 손상하는 것도 아니다. 오히려 지금 같 은 ‘막무가내 고!’가 ‘52시 정신’을 더 빨리 훼손한다. 한국의 노동열차가 ‘52시 역(驛)’에 멈춰 섰다. 하층 임금 노동자와 중소 상공인을 싣 고 유럽으로 향할지, 아니면 허드렛일로 가 득 찬 만주대륙으로 갈지 예측 불허다. 유럽 행을 원한다면 길은 있다. 청와대가 현장의 절규를 들어보면 된다. 다 쓰러진 다음에는 약(藥)도 없다.

남정호의 시시각각]

북핵 폐기 뒤에도 불안하다

핵 시설 없애도 과학자의 지식은 남아 전문인력 관리 안 하면 핵 재생산 가능 남정호 논설위원

극적인 북·미 회담 성공으로 북한이 핵무 기, 핵 물질과 함께 핵 시설까지 없앴다 치 자. 그럼 우리는 발 뻗고 잘 수 있나. 불행 히도 핵심 조건이 채워지지 않는 한 답은 “ 노(No)”다. 최악의 상황을 가정한 미래로 가 보자. “202X년 5월, 미국의 대북정책에 분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극비리에 핵무기 재생산을 지시한다. 미국이 북한 내 민주화 운동을 도운 탓이다. 체제 보장을 약속했지 만 미국은 인권 보호란 명분 아래 반체제 세 력을 지원했다. 비록 핵무기를 해체하고 핵 물질까지 미 국에 보냈지만 핵무기 재생산엔 아무 문제

가 없다. 과학자들 머리에 노하우가 남아 있 는 덕이다. 핵무기 원료인 우라늄 매장량은 북한이 세계 1위다. 우라늄 원석을 농축해 핵무기 원료로 바꾸는 원심분리기도 최소한 2009년부터 자체 생산해 왔다. 원심분리기는 높이 1~2m에 직경이 20여㎝에 불과하다. 웬 만한 지하 벙커면 수천 대도 감춘다는 얘기 다. 2000대를 1년 돌리면 핵폭탄 하나쯤 만 들 농축우라늄 20㎏은 거뜬히 건진다. 게다가 플루토늄과 달리 우라늄을 쓰면 핵실험도 필요 없다. 풍계리 핵실험장을 폭 파했어도 상관없는 것이다.

북핵 폐기에 맞춰 주한미군이 철수한 건 오래전이었다. 북 공격 시 미국의 자동 개입 을 보장했던 안전핀이 뽑힌 셈이다. 1년 뒤 북한이 핵무기를 흔들며 위협해도 우리에겐 손쓸 방법이 없게 된다.” 이상이 암울하지만, 개연성 있는 시나리오 다. 트럼프 행정부가 언급했던 ‘영구적(permanent)’인 핵 폐기가 이런 사태를 막기 위 한 대책이다. 지나친 비관론에 쩐 황당한 전 망이 아니다. 비핵화를 택한 리비아와 우크 라이나의 역사를 토대로 짠 시나리오다. 2003년 핵 개발을 포기한 리비아 독재자 무아마르 카다피는 8년 뒤 서방의 지원을 받은 반군에 살해된다. 소련 연방 해체 후 4200여 기의 핵폭탄을 러시아에 넘긴 우크 라이나는 이 대가로 평화를 약속받았다. 하 지만 러시아는 2014년 우크라이나의 크림반 도를 빼앗았다. 이 사건 후 이 나라에서 핵 재무장 요구가 커진 건 당연한 일이었다. 이런 사례로 볼 때 3000여 명의 북핵 기술 자를 해외로 보내거나 철저히 관리하지 않 는 한 북핵 위협은 없어지지 않는다. 미국 이 1991년 샘 넌, 리처드 루거 상원의원 주 도로 ‘협력적 위협 감축(CTR)’이란 프로그 램을 만들어 소련 연방 국가 및 리비아의

핵 두뇌를 관리해 온 것도 같은 이유에서였 다. 이 제도에 따라 미국은 실업자가 된 핵 과학자들이 평화적 분야에서 일할 수 있게 큰돈을 댔다. 사업 중에는 공동 프로젝트란 이름 아래 서방 과학자와 일하는 경우도 많 았다. 하지만 이들의 동태 감시가 주목적이 었다고 한다. 이렇듯 미래의 핵 위협을 막으려면 과학 자 관리가 핵심 중 핵심이다. 그러기에 최근 미국이 이들의 해외 송출을 요구했다 북한 이 거절했다는 보도는 그럴싸하다. 하지만 무슨 영문인지 영구적인 비핵화 얘기가 쑥 들어갔다. 어느 틈에 핵 과학자 문제엔 별말이 없는 ‘완전한(complete)’ 비 핵화로 미국 입장이 후퇴한 느낌이다. 그럴수록 우리는 이 문제를 깐깐히 짚고 넘어가야 한다. 남쪽에서 북한의 핵 과학자 를 받으면 더할 나위 없겠지만 핵무기 기술 을 거저먹으려 한다는 비난이 국제사회에서 빗발칠 게 뻔하다. 그러니 최소한 바늘 끝도 안 들어갈 핵 과 학자 관리 시스템을 마련토록 미국을 움직 여야 한다. 이 마지노선도 못 지키면 우리는 언제 북핵이 재등장할지 모르는 불안 속에 떨며 살 수밖에 없다.

페이스북에서 ‘텍사스 중앙일보’ 또는 ‘Koreadailytx’를 검색하시면 보다 많은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구독신청방법: 성함과 이메일주소를 dallas@koreadailytx.com으로 보내 주시면 바로 텍사스 중앙일보 전자신문을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Dallas_972-242-9200 Houston_832-366-7720 Austin_512-537-1062 A


외부 기고 칼럼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15

[문학칼럼]

구부러진 마음을 펴라

권대근 문학박사, 문학평론가

우리는 ‘세계’라고 말할 때 흔히 머리에 지구나 다른 별들, 나무, 사람, 꽃, 이런 것들을 떠올린다. 아니면 사람의 얼굴 모습이나 별 빛, 꽃의 색깔, 이런 것들이 떠올린 다. 이렇게 떠올리는 세계는 바로 명사와 형용사를 중심으로 생각한 세계다. 그런데 꽃이 피어나는 것, 지구가 도는 것, 나무가 자라는 것, 사람이 걸어가는 것, 눈이 오는 것, 한 잔의 차를 마시는 것, 이런 것 들을 머리에 떠올리면 그것은 동 사 중심으로 생각하는 것이다. 바 로 이렇게 동사 중심으로 세계를 생각할 때 우리는 세계를 사건들 의 총체로 보고 있는 거다. 다시 말해서’thing’이 아니고 ‘event’ 로 보는 것이다. 이 인간 세계의 사건이라고 하는 존재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 삶의 위기가 논해 지고 있는 이 시점에서 차를 통해 불안을 떨쳐낼 수 없을까. 신라시대에는 원효방에서 원효 대사가 차를 마셨다는 기록을 이 규보가 시에서 남겼고, 설총도 화 왕계에서 차를 마셨다는 기록을 남겼다. 조선시대에는 우리나라의 다성인 초의선사가 차시를 남겼다. 이렇듯 오랜 전통과 역사를 지니 고 있는 차문화운동이야말로 소중 한 우리 것을 찾는 또 다른 길 중 의 하나란 생각을 지울 수 없다. 아직도 자욱한 안개와 먼지 속에 가려져 박제된 전통문화에 숨결을 불어넣는, 다시 말해 삶에 있어서 ‘삿된’기운을 몰아내는 부채와 같 은 것이 바로 다도문화를 꽃피우 는 것이 아닐까. 차문화와 인문학 은 언제나 함께 있어왔다. 인문학 은 수원지 같은 것이고, 차문화는 수도꼭지 같은 것이 아닐까. 차는

을 닮은 사람을 그립게 한다. 일단 내 마음이 편안해야 된다. 소통도 타인을 위한 배려도 마음이 평정 된 뒤의 문제가 아닌가. 이런 차원 에서 우리 전통문화의 뿌리인 다 도문화가 그 꽃을 활짝 피워나가 야 하리라 믿는다. 오늘 <차와 인 문학>의 매칭이 이루어진 것 도 모 두 대자연의 순리를 따라 살고자 하는 그런 다인의 다도정신이 피 워낸 결실이리라 본다. 삶에서 불 안이 사라진다면, <불안>을 떼어놓 는다면 얼마나 행복할까?

문학평론가, 문학박사, 수필가 대한민국수필학대한명인(제15-436호) 한국문인협회 한국문학사편찬위원장 국제PEN클럽부산지역위원회 수석부회장 한국본격수필가협회 회장 한국바다문학상, 부산수필문학상 수상 2016년 대한민국을 이끄는 혁신리더 대상 수상

만물을 살리는 물을 만나 그 조 화로움이 이루어지는 것이다. 차 는 물의 신이요, 물은 차의 몸이 라 했다. 차는 물을 만나 비로소 하나가 된다. 차의 길은 모든 종교 와 철학과 예술을 관통한다는 측 면에서 다도는 인문학이다라고 할 수 있다. 국제차예절교육원 정지연 원장 은 ‘차는 특정한 계층만의 문화이 거나, 일정한 형식이 반드시 수반 되어야 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하 면서 열린다도를 주창하고 있다. ‘ 신세대의 차생활은 형식을 갖추어 야 한다는 사고와 관념을 버리고 편안하게 마시는 한 잔의 차로 자 신의 여유로움을 찾고, 가족을 생 각하고, 친구를 <배려>하고, 따뜻 한 마음으로 사람들과의 <소통>이 자연스럽게 이루어져 세계가 <하

나로 통합>되는 문화로 형성되어 야 한다’는 정 원장의 주장은 차정 신인 ‘사무사’정신로 통하며, 고운 최치원이 짓고 쓴 ‘진감선사 대공 탑비’에 나오는 ‘수진오속’의 정 신인 것이다. 이는 차가 인문학정 신과 맞닿아있다고 하겠다. 왜냐 하면 인문학정신이 도달하고자 하 는 고지는 ‘소통’이기 때문이다. “현대인들의 생활은 산업화 공업 화 되면서 사람들의 정서가 점점 더 메마르고 거칠어지고 있다. 특 히 요즘 신세대들이 즐겨 마시는 탄산음료는 정신적으로 <불안감> 을 더해 주는 요소이기도 하다. 이 러한 점에서 차생활은 현대인들에 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정 지연 원장의 주장은 차를 마신만 큼 선이 된다는 ‘다선일여’의 소중 함을 일깨워주면서 향기로운 차향

영혼까지 잠식시키는 불안, 불안 의 원인과 그 극복 방법은 없을 까? 모든 현대인은 불안을 가지고 있다. 불안은 그만한 이유가 다 있 다. 문제는 불안의 정도다. 불안은 ‘어떤 일이 일어나면 안 되는데’하 는 걱정에서 생긴다. 내가 원하지 않는 것이 일어날 때, 뭐가 일어나 도 상관 없다고 생각하면 불안은 없다. 불안의 미래의 것이다. 의식 하든 안 하든 안 일어났으면 하는 게 있다. 예를 들어 전쟁이 있다고 치자, 일어나서는 안 된다고 생각 하면 불안하다. 남북 긴장 뉴스만 봐도 불안하고, 일어나든지 말든지 하면 전쟁이 나도 안 불안하다. 불 안은 내가 세상을 통제하려고 하 는 데서 생긴다. 불안을 없애려면, ‘내가 미약한 존재다.’‘이렇게 살 아있는 것만 해도 다행이다.’대상 에 초점을 맞추지 말고 내 반응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 내 할 일을 하고, 일어나면 그 상황에 맞게 대 처해야 한다. 이제 그 놈의 불안을 제거해 보 자. 힘들겠지만, <불안>이 엄습해 오면 한 잔의 차를 앞에 놓고, 그 <

평론집 <수필은 사기다>외 14권 헌) 대신대학원대학교 문학언어치료학 교수

불안>이라는 놈을 노려보고, “그래 어디 함 해보자”이렇게 맞서라고 권하고 싶다. 자신에게 “난 문제 없어”뇌한테 “불안을 치료하라.”불 안한테 “내 마음에서 나가라.”라고 명령하는 것이 어떨까? 다도하는 사람들의 몸과 동작은 자연스러움 의 극치다. 다도는 마음이 혼란하 거나 불안 할 때 안정되게 해주는 도구적 행위이다. 마음은 곧 정신 을 좌우하고 행복의 지름길을 안 내 해 준다고 생각한다. 평온하기 그지없고 자유롭기 그지없는 삶, 인생의 고행과 역경 속에서 자신 을 찾고 행복을 찾는 길이 다도 하는 생활이라고 말하고 싶다. 삿 된 기운을 피하고자 하는 것도 ‘ 사무사’의 첫걸음이다. ‘삿된’기운 을 퇴치하기 위해 전통에서 마음 의 고운 결을 찾았듯이, 우리도 차 한 잔을 마시는 사건 속에서 ‘사 무사’를 생각하면, 꾸부러진 마음 결을 곱게 펼 수 있으리라.

문화센터

박인애의 행복한 문학교실 박인애 작가와 함께 하는 문학교실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나도 글을 쓸 수 있을까 하는 두려움과 망설임으로 주저 되신다고요? 염려 마십시오. 바로 그런 망설임이 글쓰기의 시작입니다. ‘박인애의 행복한 문학교실’은 글쓰기의 기초부터 친절하게 도와드립니다. 혼자 하긴 힘들어도 함께 생각하고 나누면 누구나 작가가 될 수 있습니다.

지금 도전하세요! 장소 : Dream Art at Carrollton(H Mart 옆)

초급반

중급반

문의 : 문화센터 972-242-9944

낮 12:00~

오전 10:00~

A


16 전면광고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2018 달라스

교회 협의회

연합부흥회

“볼지어다, 내가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 주제 성구 )

달라스 교회 협의회에서 달라스 모든 교회의 연합과 부흥을 소망하며 연합 부흥 집회를 준비 하였습니다. 부디 참석 하셔서 귀한 은혜 나누길 소원합니다.

강사 : 유기성 목사 (선한목자교회) 5월 25일 (금) 저녁 7시 : 중앙연합감리교회 Belt Lind Rd

3800 Carbon Rd, Irving, TX 75038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마 28장 18-20절)

Carbon Rd

G nt ide

h

us

B ge or

e

es Pr

Gr ee

d sR

Ab ram

nv il

le

1301 Abrams Rd, Richardson, TX 75081 "내 안에 거하라" (요 15장 4-6절)

Av e

5월 26일 (토) 저녁 7시 : 빛내리 교회

Walnut St

5월 27일 (주일) 저녁 6시 : 세미한 교회 d Luna R

Belt Line Rd

Presid e

nt Ge o

rge Bu

sh

1615 W Belt Line Rd, Carrollton TX 75006 "질그릇에 담긴 보배" (고후 4장 7-11절)

5월 27일 (주일) 오전 11시 : 코너스톤 교회 Dickerson

1410 Mac Arthur Dr, Carrollton TX 75007 "마음의 정원 가꾸기" (잠 4장 23절) 5E

I-3

Mac Arthur Dr

E

달라스 교회 협의회 회원교회

1855 N. Josey Ln. Carrollton. TX 75006 (목회자 세미나) 5 I-3

(손해도 목사, 교회 협의회 총무)

5월 28일 (월) 오전 10시 : 달라스 연합 교회 Josey Ln

부흥회 문의 : 817-403-5730 son3340@gmail.com

Bush President George

Belt Line Rd

그루터기교회, 그리스도연합감리교회, 나눔교회, 누리엘휄로쉽교회, 뉴본교회, 뉴송교회, 다사랑교회 달라스동부장로교회, 베다니장로교회, 달라스소망장로교회, 순복음 반석위에교회, 달라스연합장로교회 영락장로교회, 달라스 우리교회, 달라스 은혜교회, 덴톤한인침례교회, 로고스교회, 루이스빌중앙침례교회 리챠슨한인침례교회, 베델교회, 북부중앙교회, 빛내리교회, 사랑선교교회, 산돌침례교회, 새누리침례교회 새빛침례교회, 새삶교회, 선한목자 장로교회, 성시교회, 하나로교회, 성산장로교회, 세계비전교회 세계선교교회, 세미한교회, 수정교회, 안디옥순복음교회, 웨슬리연합감리교회, 제일연합감리교회 제자침례교회, 주님의교회, 중앙연합감리교회, 충현장로교회, 캐롤톤교회, 큰나무교회, 코너스톤교회 한우리교회, 라이프교회, 주님의 기쁨의 교회, 어린양교회, 아름다운교회

A


Piano/ ViolinCello/ Flute Saxophone/ Drum Clarinet/ Bass Guitar Guitar (Acoustic, Electric)

이거 우즈(미국)는 80위에 자리 는 지난주 92위에서 12단계 오른 했다 토머스는 지난 13일 플로리 80위를 기록했다 다주 폰테 베드라 비치에서 끝난 김시우는 42위안병훈은 85위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플레이 에 자리했다 어스 챔피언십에서 최종합계 11 생애 처음으로 세계 1위에 오른 언더파 277타로 공동 11위를Doctor 차지 Kim’s 토머스는 지난해에만 5승을 거뒀 Dental Clinic 했다 다올해도 2월 달라스 혼다어빙 클래식을 제 여러분 가까이 참 좋은 치과가 있습니다 치과 전반치료 | 소아치과 | 치열교정 | 예방치과 | 토머스는 대회가 끝난 뒤 미용치과 발표 | 잇몸치료 패하는 등 PGA투어 통산 8승을 | 보철치료 | 임플란트 원장 Dr. 김순기 된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보다각종보험/Chip 한 따냈다 서울대학교 치과대학 졸업 메디케어 받습니다!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석 박사 USC 치과대학 졸업 단계 오른 1위에 자리했다 972.399.1466/972.243.0365 2016-17시즌 PGA투어 페덱 지난해 2월부터 64주 연속 1위 스컵 챔피언과 올해의 선수상상 COPYRIGHT 2018 를 지킨 더스틴 존슨(미국)은 2위 금왕 등을 독식하며 세계적인 톱 Wednesday, May 16, 2018 C 로 밀렸다조던 스피스(미국)는 랭커로 발돋움했다



(달라스) 972-242-9200. (휴스턴) 832-366-7720. (어스틴) 512-537-1062 dallas@koreadailytx.com/ houston@koreadailytx.com/ austin@koreadailytx.com

추신수, 실책 하나에 빛바랜 멀티히트

기성용 계약 만료 올여름 떠난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아지 알비스(오른쪽)이 14일 일리노이주 시카고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 경기에서 1회초 선두타자 홈런을 날리고 3루 베이스 코치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AP]

스완지 공식발표

오승환 6경기 연속 무실점 행진

또 다른 작은 거인 알비스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사진)가 멀티안타에도 시즌 첫 실책을 기 록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추신수는 13일 텍사스주 휴스턴 13홈런ML 홈런 공동선두 미닛 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휴스 턴 애스트로스와의 애틀랜타 NL 동부원정경기에 1위 질주 2 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4 타수 2안타를알비스(21애틀랜 기록했다. 신성아지 전날 4타수 무안타에 그쳤던 타 브레이브스)의 방망이가 또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39에서 터졌다 0.245(159타수 39안타)로 끌어올렸 알비스는 14일 일리노이주 시 다. 카고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시카 추신수는 휴스턴1회초 좌완선두타 에이스 고 컵스와 경기에서 1회초개첫 자 댈러스 홈런을 카이클을 때려냈다맞아 알비스는 인 타석부터 시즌 13호안타를 홈런을신고하며 기록했고기분 이 좋게 출발했다. 1사에서 카이클 날 4회에는 2루타를 5회에는 1루 의 날리기도 2구째 투심 패스트볼을 가볍 타를 했다 게 밀어쳐 이 깨끗한 좌전 안타로 알비스는 홈런으로 브라이연 스 결했다. 하퍼(워싱턴 내셔널스) 무키 추신수는 이후 두 타석에서는 카 이클의 슬라이더에 고전하면서 모 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수비에서도 아쉬웠다. 0-5로 점수 차가 벌어진 7회말 추신수는 유리 엘스키 구리엘의 오른쪽으로 휘어 져 나가는 뜬공을 잡지 못해 시즌

베츠(보스턴 레드삭스) 매니 마 따르면 지난해 애틀랜타 유망주 차도(볼티모어 오리올스)와 함께 2순위 리그 2루수 유망주 2순 메이저리그 전체 홈런 선두에 이 위 리그 탑 100 유망주 중 9순 름을 올렸다 지난해 6홈런이 커 위에 이름을 올린 기대주기도 하 리어 전부인 이제 메이저리그 2년 다 지난해 8월 3일 LA 다저스 차 유망주가 내로라 하는 메이저 전에서 토니 싱그라니를 상대로 리그 스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 데뷔 첫 안타를 3점 홈런으로 장 게 된 셈이다 식했다 비교적 작은 체구(173cm)에도 이날 애틀랜타는 알비스와 활 불구하고 엄청난 장타력을 과시 약과 늦게 팀에 합류한 베테랑 호 하고 있는 알비스는 지난해 20살 세 바티스타(3점 홈런)에 힘입어 의 나이로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컵스에 6-5로 승리했다25승 15 애틀랜타 소속으로는 2011년 훌 패를 기록한 애틀랜타는 전문가 1-6으로 졌다. 2연패 속에 16승 동 첫 실책을 기록했다. 리오 테헤란 이후 가장 어린 나이 결국 들의 예상을 깨고 내셔널리그 기록한 아메리칸 틈타 2루까지 진 26패를 에추신수의 빅리그에실책을 입성한 선수다 부지구 1위를텍사스는 달리고 있다 루한 구리엘은 이후 데릭 피셔의 중 리그 서부지구 최하위에 머물렀다. 이승권 기자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에 견수 희생플라이로 홈을 밟았다. 추신수는 네 번째 타석에서 다시 안타를 기록했다. 8회초 2사에서 바 뀐 투수 헥터 론돈을 상대로 중전 안타를 쳐내 멀티히트를 완성했다. 텍사스는 선발 맷 무어가 3이닝 6 피안타 3볼넷 3실점으로 무너지며

한편 오승환(토론토 블루제이스) 는 지난 12일 보스턴 레드삭스와 홈 7회초 2사 2루에 등판해 1.1이닝을 1피안타 무실점 2탈삼진으로 막았 다.5월에 등판한 6경기에서는 7.1이 닝 연속 무실점 행진을 이어가고 있 다.

기성용(사진)이 계약 만료로 스 완지 시티를 떠난다 스완지가 기 성용과의 작별을 공식 발표했다 스완지는 14일 구단 공식 홈 페이지를 통해 기성용이 스완 지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올여 름 기성용은 계약 만료로 팀을 떠난다 우리는 기성용의 앞날 에 행운이 깃들길 바란다라고 발표했다 기성용은 2012년 셀틱을 떠나 스완지에 입성했다 이후 임대 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 적 응했고 스완지 중원에 큰 힘이 됐다 올시즌에도 컵 대회 포함 32경기에 출전해 팀 승리에 공 헌했다 기성용은 지난 2012년 스완지 에 입성한 이후 162경기를 출전해 12골을 기록했다

그러나 팀이 강등돼 스완지 잔 류가 불투명했다 기성용의 결정 은 작별이었다 기성용은 14일 SNS에 5년 동안 스완지를 위해 뛴 것은 엄청난 영광이었다 매 경기 지지해 준 팬들에게 감사한 다고 적었다 한편 기성용은 현재 EPL 복수 팀과 이탈리아 세리에A의 AC밀 란과 지속적으로 연결되고 있다

972-242-9944 스포츠

2018년 5월 15일 화요일

3

강정호 매일 나아지는 중  실전은 아직 피츠버그 닐 헌팅턴 단장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닐 헌팅 턴 단장이 강정호(31사진)의 근 황을 전했다 헌팅턴 단장은 14일 메이저리 그 홈페이지 MLB닷컴 피츠버 그트리뷴 등 언론과 인터뷰에서 강정호가 매일 나아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빅리그에 하 루 빨리 복귀하기 위해 자신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고 있다며

강정호가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 가고 있고 긍정적인 조짐이 있 다고 밝혔다 강정호는 비시즌인 2016년 12 월 서울 강남에서 술을 마시고 운 전을 하다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를 내면서 나락으로 떨어졌 다경찰에 입건돼 조사받는 과정 에서 과거에도 두 차례 음주 운전 을 한 사실이 드러났다 강정호는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 고 받았고 이 여파로 미국 취업

비자를 받지 못해 2017시즌을 통 째로 쉬었다 지난달 말 미국 취업비자를 받는데 성공한 강정호는 곧바로 플로리다주 브래든턴의 피츠버 그 훈련장에 합류해 훈련을 하 고 있다 헌팅턴 단장은 강정호가 많 은 땅볼을 받으며 수비 훈련을 하고 있다 다음 단계는 확장 스 프링 트레이닝 경기가 될 것이 라고 전했다이후 강정호는 재

활 경기에 나서며 실전 감각을 끌어올릴 전망이다 헌팅턴 단 장은 아직 그 단계와는 거리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피츠버그는 현재 3루수 강정호의 빈자리는 보이지 않는 다 피츠버그는 강정호를 향한 긴 기다림 끝에 지난 1월 휴스턴의 트레이드로 내야수 콜린 모란을 영입했다 모란은 타율 0291 3홈 런 20타점으로 준수한 활약을 펼 치고 있다 결국 관건은 강정호가

실전 감각을 얼마나 빨리 끌어올 릴 수 있느냐에 달렸다

저스틴 토머스 생애 첫 세계 1위 김시우 42위우즈 80위 저스틴 토머스(25미국)가 남자 골프 세계 랭킹 1위에 올랐다타 이거 우즈(미국)는 80위에 자리 했다 토머스는 지난 13일 플로리 다주 폰테 베드라 비치에서 끝난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플레이 어스 챔피언십에서 최종합계 11 언더파 277타로 공동 11위를 차지 했다 토머스는 대회가 끝난 뒤 발표 된 세계 랭킹에서 지난주보다 한 단계 오른 1위에 자리했다 지난해 2월부터 64주 연속 1위 를 지킨 더스틴 존슨(미국)은 2위 로 밀렸다조던 스피스(미국)는

C

지난주 4위에서 3위로 올랐다존 람(스페인)은 4위를 기록했다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공동 11 위를 기록한 타이거 우즈(미국) 는 지난주 92위에서 12단계 오른 C 80위를 기록했다 김시우는 42위안병훈은 85위 에 자리했다 생애 처음으로 세계 1위에 오른 토머스는 지난해에만 5승을 거뒀 다올해도 2월 혼다 클래식을 제 패하는 등 PGA투어 통산 8승을 따냈다 2016-17시즌 PGA투어 페덱 스컵 챔피언과 올해의 선수상상 금왕 등을 독식하며 세계적인 톱 랭커로 발돋움했다

기성용 계약 만료 올여름 떠난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의 아지 알비스(오른쪽)이 14일 일리노이주 시카고 리글리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 경기에서 1회초 선두타자 홈런을 날리고 3루 베이스 코치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AP]

또 다른 작은 거인 알비스 13홈런ML 홈런 공동선두 애틀랜타 NL 동부 1위 질주

베츠(보스턴 레드삭스) 매니 마 차도(볼티모어 오리올스)와 함께 메이저리그 전체 홈런 선두에 이

따르면 지난해 애틀랜타 유망주 2순위 리그 2루수 유망주 2순 위 리그 탑 100 유망주 중 9순

스완지 공식발표 기성용(사진)이 계약 만료로 스 완지 시티를 떠난다 스완지가 기 성용과의 작별을 공식 발표했다 스완지는 14일 구단 공식 홈 페이지를 통해 기성용이 스완 지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올여 름 기성용은 계약 만료로 팀을

그러나 팀이 강등돼 스완지 잔 류가 불투명했다 기성용의 결정 은 작별이었다 기성용은 14일 SNS에 5년 동안 스완지를 위해 뛴 것은 엄청난 영광이었다 매 경기 지지해 준 팬들에게 감사한 C 다고 적었다 한편 기성용은 현재 EPL 복수 팀과 이탈리아 세리에A의 AC밀


2

Tuesday, May 15, 2018 C

JoongAng Ilbo

스포츠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story in 

박지성 버렸다고 손자는 아직도 내게 말 걸지 않는다 맨유의 거장 퍼거슨 감독 이야기 베컴 호날두 등이 존경한 감독 박지성 동양인 중 처음 인정

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감독 알 렉스 퍼거슨(76)은 우선 될 성부 른 선수를 알아보는 눈이 있었다 선수 스카우트에 목을 매고 돈질 을 해대는 지금의 감독과는 확실 히 달랐다 지치지 않고 뛰는 충직 한 선수들을 불러모아 최적의 조 합을 만들었다 유럽 리그에서는 신인이나 다름없는 박지성을 스카 우트하고 10대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웨인 루니를 발굴해 세 계적인 스타로 키워냈다퍼거슨이 키운 대표적 선수들을 알아봤다 데이비드 베컴 퍼거슨 감독의 역사에는 퍼기 의 아이들(Fergies Fledglings)이 있었다 데이비 드 베컴은 이들 중에서도 퍼거슨 감독과 가장 애증이 깊다 베컴은 93년 맨유에서 데뷔해 10년 동안 프리킥의 마술사로 이름 을 날리며 맨유의 황금기를 열었 다 그러나 2003년 2 월 아스널 과 경기 박지성

하프타 임때퍼 거슨 감 독이 축 구화를 걷 어차 베컴 의눈위 에 상처 를 입혔 고 이것 이 단초가 돼 스페인 레 알 마드리드로 이적했다 그래도 베컴은 퍼거슨에 대 해 축구를 존중하고

자신의 몸과 자신이 하는 일을 존 중해야 한다고 가르친 분이다 그 는 아버지와 같은 분이라며 존경 심을 드러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명불허전 세계 최고의 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2003년 여름 팀의 핵심 선수였던 데이 비드 베컴이 퍼거슨 감독과의 불 화로 인해 팀을 떠나게 되면서 대 부분의 맨유 팬들은 팀의 핵심을 상징하는 7번 자리의 공백을 우려 하며 베컴의 대체자로 누굴 영입 할 것인지에 대해 큰 관심을 쏟아 냈다 머지않아 그 주인공이 결정됐 다 포르투갈 스포르팅 리스본 에서 활약하고 있던 호날두가 맨 유 7번의 새로운 주인공으로 결정 됐다 당시 이적료는 1240만 파운 드(약 1680만 달러)였다 호날두가 맨유에서 빠른 속도로 성장하면서 맨유는 제 2의 전성 기를 누리게 되었다 특유의 발재 간과 재치 뛰어난 활동량과 스피 드 골 결정력 등 호날두는 어느 것 하나 빠질 것 없이 맨유에서 최 고의 선수로 활약했다 그의 활약 을 지켜 본 레알 마드리드는 호날 두에게 관심을 표명했고 결국 2009년 여름 호날두를 영입했을 때 지불했던 이적료 1240만 파운 드에 약 8배에 달하는 이득을 맨유에 안기면서 정든 올드 트래포드를 떠나게 된다 에리크 칸토나 퍼거슨 감독의 선택은 분명 신 의 한수였다 칸토나를 영입한 이 후로 맨유는 프리미어리그 출범 이례 첫 우승의 영예를 안는다 맨유 7번의 계보에 이름을 올리고 있는 그는 짧은 시간 이였음에도 팀에 남긴 인상이 매우 강력했기 에 아직도 맨유 팬들에게 큰 사 랑을 받고 있기로도 유명하다 그가 주장으로써 팀의 미쳤던 영향은 상당히 강력했다 거칠고 터프하기로 유명한 칸토나의 스 타일은 차기 주장인 로이 킨의 성 격에도 큰 영향을 미쳤고 이것은 고스란히 맨유만의 스타일로 자 리를 잡는다

맨유가 지금과 같은 강팀으로 우뚝 설 수 있었던 까닭도 90년 대 최고의 황금기를 맞이할 수 있 었던 까닭도 주장 칸토나의 영향 력이 컸다 칸토나의 영입은 맨유 와 퍼거슨 감독의 입지를 바꾼 최 고의 영입이다 웨인 루니 2002~2003시즌 에버턴에서 데 뷔한 루니는 그해 6골로 EPL의 시작을 알렸다 이듬해 9골을 넣 은 루니는 2004~2005시즌을 앞두 고 맨유로 이적한다 퍼거슨 감독 은 19세 루니의 가능성에 확신을 가졌다 그리고 과감하게 투자했 다 맨유는 이적료 2560만 파운드 (약 3500만 달러)를 지불하고 루 니를 품었다 이 금액은 당시 10 대 이적료 최고 금액이었다맨유 유니폼을 입은 루니는 꾸준함의 끝판왕 모습을 보여 줬다맨유 이적 첫해 11골을 성공시켰다 EPL 첫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한 루니는 11시즌 연속 10골 이상을 기록했다 2009~2010시즌에는 26골을 넣으며 처음으로 20골 고 지를 돌파했다 2011~2012시즌 에는 27골로 개인 한 시즌 최다골 기록을 세웠다 이런 꾸준함은 루니를 EPL 최 고 명가 맨유의 전설로 올려놨 다 맨유 최다골 보유자는 루니다

알렉스 퍼거슨

박지성  박지성은 퍼거슨 감독이 처음 인정한 동양인이었다 2005년 7 월 네덜란드 PSV 에인트호번에 서 박지성을 데려왔을 때 현지 언 론에서는 유니폼 판매원이라고 조롱했다 그러나 퍼거슨은 박 지성은 모든 면에서 우리를 기쁘 게 하는 선수다 양발을 사용하는 것도 훌륭하고 맨유에 힘을 불어 넣을 자원이라며 칭찬했다 퍼 거슨의 신뢰 속에 박지성은 7년 동안 맨유의 산소탱크로 맹활약 했다 지난해 7월 박지성이 QPR 로 떠났을 때 퍼거슨은 내 손자 는 (자신이) 가장 좋아하던 선수 인 박지성을 다른 팀으로 보내자 아직도 내게 말을 하지 않는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우회적으로 밝 이승권 기자 혔다

Breakers Korean BBQ Frisco Coming Soon!

전자신문으로 편리하게 신문을 읽으세요!

(972)242-9200

브레이커스 프리스코점(5호점) 직원 모집 매니저 0명: 성실하고 레스토랑 경험 있으신 분 어스시턴트 매니저 0명, 남녀 서버 00명, 주방헬퍼 0명 문의: T. 972-469-4800 / 469-986-6010

브레이커스 BBQ의 프리스코점(5호점)이 5월 24일(목) 문을 엽니다. 브레이커스 BBQ 5호점은 기존의 고급 한식 바비큐 메뉴는 물론, 최고급 스시도 제공합니다. 일본 ‘구보따’ 일식 레스토랑에서 헤드 쉐프를 지낸 바 있는 쉐프가 프리스코점에서 여러분들에게 최상의 스시를 대접합니다. 그 외 ‘노부’ 등 유명 일식 레스토랑에서 경험을 쌓은 총 5명의 스시 쉐프가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Business Hours

넘버원 바비큐 브레이커스, 스시도 넘버원! 브레이커스에서 이제 정통 스시도 맛 보세요. BBQ 250석, 스시 150석 완비.

Sunday ~ Thursday: 11:30AM to 11:30PM Friday ~ Saturday: 11:30AM to 1:00AM

Breakers Korean BBQ Steak & Sushi

8320 SH121 Frisco, TX 75034

T. 972-469-4800 / 469-986-6010 C


10 

2018년 5월 15일 화요일 연예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신하균이광수이솜 캐스팅 확정

김환희김준면 여중생A 원작 웹툰 vs 영화 차이점

영화로 완성된 여중생A와 원작 웹툰은 어떤 차이점이 있을까 14일 오전 서울 롯데시네마 건 대입구에서 영화 여중생A 제작 보고회가 열렸다 주연 배우 김환 희 김준면(엑소 수호) 정다빈 이종혁을 비롯해 이경섭 감독이 참석했다 여중생A는 기획 단계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그 이유는 인기 원작 웹툰이 존재하기 때문 여 중생A는 국내외 독자 약 4000 만 명이 이용하는 온라인 웹툰 플 랫폼 네이버 웹툰이 자신있게 선 보이는 첫 번째 제작 영화다 2016년 오늘의 우리 만화상을 수상했으며 네티즌 평점 99점 을 기록한 인기 작품이다 가장 간단한 그림으로 당대를 드러내 고 위로하는 작품이라는 평을 얻었다 웹툰이 긴 스토리를 바탕으로 다양한 인물을 보여준다면 개봉 을 앞둔 영화는 미래 재희 등 핵 심 인물을 중심으로 2시간 안에 이야기를 압축했다 이경섭 감독은 웹툰은 중학교 3학년 미래가 성장해가는 이야 기를 담았다 이 넓은 세상에 나 는 혼자일까?라는 외로움을 느 끼고 있을 친구들에게는 위로와 응원을 해주는 작품이다 그 시 기를 잘 거쳐서 어른이 된 세대 들에게는 공감하고 힐링이 되는 작품이다 웹툰에서는 캐릭터들 이 1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변화 의 과정을 세밀하게 담고 있다 고 밝혔다 이어 영화에서는 모든 캐릭터 가 등장하진 않는다 영화는 웹툰 의 감수성을 가져가지만 미래를 중심으로 주변 사람들을 통해 상 처 받기도 하고 상처를 주기도 하고 서로 치유해가는 과정을 중 점적으로 다루고 있다고 말했다 주인공 미래를 연기한 김환희 와 재희로 분한 김준면도 웹툰과 영화의 차이점을 언급했다 김준면은 웹툰의 내용은 길지 만 영화는 1시간 30분 안에 중점 적으로 스토리를 전하는 게 매력 이다 김환희는 웹툰에서는 비 슷한 상처를 가지고 동질감의 관 계에서 시작해 애정의 관계까지 간다 그러나 영화에서는 애정의 관계가 아니라 두 사람의 우정을 중요하게 만들었다 개인적으로 그런 느낌이 들어서 좋았다고 각

각 설명했다 이경섭 감독은 이번 여중생A 를 통해 상업영화에 데뷔한다 그 는 굉장히 인상 깊게 봤던 부분 들이 리얼리즘을 바탕으로 극이 진행된다 사실적으로 극이 진행 되면서 인상적이었다 평소에도 환상성을 지닌 이야기나 영화들 을 좋아하는데 그런 부분들을 영 화에서 더 살려보면 어떨까 싶었 다 영화에서는 그 부분들이 극적 장치로 촬영됐다 우리 영화에는 판타지한 면들이 매력적이다며 작품의 특징을 강조했다 또한 이경섭 감독은 김준면을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현재희가 많은 사랑을 받는 인물이라 어떤 배우가 하면 좋을까 고민을 했다 배우 리스트에 엑소 수호가 노란 머리를 하고 있는 사진을 받았다 노란 머리가 굉장히 잘 어울려서 이 친구랑 해보면 어떨까 했는데 잘 맞았다 영화에서도 노란머리 가 잘 어울린다며 높은 싱크로율 을 칭찬하기도 했다 한편 오는 6월 개봉하는 여중 생A는 취미는 게임 특기는 글 쓰기 자존감 0%의 여중생 미래 가 처음으로 사귄 현실친구 백합

나의 특급 형제 5월 크랭크인

과 태양 그리고 랜선친구 재희와 함께 관계 맺고 상처 받고 성장 해 나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영화 곡성에서 언론과 평단 관객의 혼을 쏙 빼놓은 강렬한 연 기로 유수의 영화제에서 각종 신 인상을 휩쓸었던 김환희가 주인 공 미래로 분한다 인간의 가장 기본적인 울타리인 가족과 학교 가 아닌 게임 속에서 겨우 숨을 쉬 고 외롭지 않은 아이 그저 평범 하고 싶은 열여섯 살의 복잡하고 도 여린 내면을 표현했다 글로리데이를 시작으로 배우 로서 경험을 차근차근 쌓아가고 있는 김준면은 미래의 랜선친구 이자 존재만으로도 위로가 되는 재희를 맡았다 웹툰 연재 당시 미래만큼이나 많은 팬들로부터 지지와 응원을 받았던 캐릭터다 김준면은 엉뚱한 듯 보이지만 남 모를 아픔을 지닌 재희를 자신만 의 느낌으로 재해석해 원작과 비 슷하면서도 또 다른 인물을 완성 했다 이와 함께 정다빈은 미래에게 접근하는 완소녀 반장 백합 이종 혁은 학교 선생님 역할을 맡아 활 약했다

영화 나의 특급 형제가 신하균 이광수 이솜까지 가세한 특급 캐 스팅 조합을 확정 짓고 5월 하순 크랭크인 한다 신하균 이광수 이솜이 영화 나의 특급 형제로 뭉친다 나의 특급 형제는 몸만 못쓰는 형 세 하 머리만 못쓰는 동생 동구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았지만 20년 동 안 한 몸처럼 살아온 두 남자의 특 급 우정을 그린 휴먼 코미디 장르불문 역할불문 언제나 완 벽한 연기력을 뽐내는 하균神 배우 신하균은 몸은 불편하지만 비상한 머리와 한시도 쉬지 않는 입으로 세상의 편견에 맞서 싸우 는 형 세하 역할을 맡아 또 한번 한계 없는 변신을 선보인다 여기 에 최근 종영한 드라마 '라이브' 를 통해 연기자로서의 재능을 확 실히 인정받은 이광수는 머리는 불편하지만 건강한 신체로 발군 의 운동실력을 뽐내는 동생 동구 역에 낙점됐다 영화 바람 바람 바람 웰컴 투 동막골 지구를 지켜라 킬러 들의 수다 등 코미디 장르에서도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준 신하 균과 스크린과 TV에서 매 작품마 다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 든 연 기를 선보여 온 이광수가 선사할 급이 다른 형제 케미와 특급 코미 디는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관심

왼쪽부터 신하균 이광수 이솜

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또한 최근 영화 소공녀와 드 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등 다 양한 영역에서 개성 넘치는 연기 로 독보적인 캐릭터를 만들어온 배우 이솜은 세하와 동구가 세상 의 벽을 깨고 나오도록 도와주며 유일하게 그들을 편견 없이 대하 는 인물 미현 역을 맡아 극에 또 다른 활력을 불어 넣을 예정이다 한편 영화 나의 특급 형제는 방가? 방가! 강철대오: 구국의 철가방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유 머 넘치는 연민을 통해 유니크한 코미디 영화를 선보였던 육상효 감독의 차기작이다 더불어 공동 경비구역 JSA 우리 생애 최고 의 순간 건축학개론 아이 캔 스피크 등을 제작해 온 명필름과 오빠생각의 조이래빗이 공동으 로 제작을 맡아 대중성과 작품성 을 겸비한 휴먼 코미디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첫방 검법남녀 정유미vs정재영 가정폭력 피해자 살인사건 두고 충돌 검법남녀에서 패기넘치는 천재 검사 정유미는 가정폭력 피해자 의 사고사를 타살로 입증해 낼 수 있을까 14일 오후 처음 방송된 MBC 검법남녀에서 법의관 백범(정재 영 분)과 은솔(정유미 분)이 함께 권희경 살인사건을 수사했다 10년차 법의관 백범은 강간 살 인 당한 것으로 속인 시체가 사실 은 교통사고로 사망했다는 사실 을 밝혀냈다 차수호(이이경 분) 형사는 백범의 조언에 따라서 카 센터를 뒤지기 위해서 나섰다 초임검사 은솔은 서울 동부지검 으로 발령 받았고 대학교 동기인 강현(박은석 분)을 만났다 은솔 은 사법연수원에서 1등으로 졸업 해서 강력전담 검사를 지원했다 은솔이 맡을 첫 사건은 망나니 재벌 3세와 연관된 살인 사건을 맡

게됐다 수호는 은솔이 맡은 사건 현장에 수사를 맡았다 피해자는 권희경으로 살해 당한 밤에도 부 부싸움으로 지구대에서 출동했고 남편이 가장 유력한 용의자였다 백범과 은솔은 첫 만남부터 악 연이었다 백범은 장갑도 끼지 않고 시체 를 만지고 덧신을 신지 않은 은솔 에게 화를 냈다 그리고 은솔 검 사의 지문까지 채취했다 백범은 권희경을 부검하면서 태아를 발견했다 백범은 과거 임 신과 관련한 충격적인 과거를 갖 고 있었다 은솔은 피해자가 임신 했다는 사실을 듣고 분노했다 이 후 그는 구토를 하면서 체면을 구 겼다 은솔은 피해자의 남편 심문에 나섰다 피해자의 남편은 묵비권 으로 일관했다

루카스 철강 시공 Lucas Services & Erectors

최신식 장비

풍부한 현장경험

풍부한 기술력

공사내용 대표 Lucas perez

각종 철골 구조 공사 확실하게 해드립니다

3

Structural steel construction of columns, ibeams, bar joists, metal deck, stairs, awnings, roof acces ladders, dumpster enclosure gates, bollards, plates, steel fabricators and erectors

214-549-5495 · 469-688-8708

3716 Alsbury St, Dallas TX 75216

C


4

전면광고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C


195

여성₩생활 여성생활

2018년 5월5월 16일12일 수요일 2018년 토요일

청바지 못 입고 모자 착용해야 영국 해리 왕자 결혼 앞두고 왕실 드레스 코드 관심 쏠려 오는 19일 윈저궁의 세인트 조지 성당 에서 치러질 영국 해리 왕자와 미국 여 배우 메건 마클의 결혼식으로 전세계 눈길이 영국 왕실로 향해 있다 신부 가 입을 드레스부터 누가 하객으로 초 대받았는지 리셉션 메뉴는 무엇인지 에 이르기까지 결혼식에 대한 디테일 하나하나가 화제다 이 가운데 특히 주목을 끄는 것은 이 날 총출동할 로열 레이디들의 옷차림 날아갈 듯 화려한 모자를 쓰고 등장할 이들의 복장을 전세계 여성들이 호기 심 가득한 눈으로 지켜보고 있다 이 런 관심에 부응 영국의 BBC방송을 포함 더 선 등 많은 매스컴이 최근 영국 왕실의 드레스 코드에 대한 기사 를 소개 눈길을 끈다 BBC에 의하면 영국 로열가에는 엄 격한 드레스 코드가 있다 공식석상에 서는 모자를 써야 하고 치마길이는 무 릎 위로 너무 짧게 올라가지 않아야 하 며 캐주얼한 자리라도 청바지는 입지 않는 등 품위있는 옷차림이어야 한다 특별히 모자 착용은 멋의 차원이 아 니라 공개석상에서 갖춰야 하는 옷차 림 에티켓이다 엘리자베스 여왕의 경 우 외출할 때는 언제나 모자를 쓴다 영국 에티켓 전문가 다이애나 매터에 의하면 이 모자착용 규율은 여성은 공개적으로 머리를 보이지 않아야 한 다는 영국의 오랜 전통에서 비롯됐다 고 설명한다 이 전통에서 약간 비켜간 것이 다이 애나비였다 생활 방식에서 자유를 추 구했던 다이애나비는 자선활동에 참 여하며 어린이를 안을 때 방해가 된

화려한 색을 즐겨 입는 여왕의 복장 규정은 대중 눈에 잘 띄게 하자는 목적이 있다

다며 모자 쓰기를 피했다 이런 영향 때문인지 요즘 로열패밀리의 신세대 여성 사이에서는 모자가 시대에 뒤진 촌스러운 옷차림으로 인식돼 모자를 피하는 분위기도 있다고 다이애나 매 터는 전한다 모자와 함께 장갑 끼는 것도 공식 옷 차림 에티켓이다 특별히 여왕의 경우 는 예외없이 장갑을 착용하는데 이는 손 접촉으로 인한 세균 감염 방지 차 원의 목적도 있다 드레스를 입을 때 반드시 팬티 호스 를 입는 것도 왕실의 드레스 코드 팬 티 호스는 색있는 것을 피하고 주로 살 색을 신어야 한다 손톱도 색이 있는 매니큐어는 안 된 다 누드 컬러(살색) 등 손톱 색에 가 까운 색만 권장된다 캐주얼한 자리라도 로열 멤버에게 블루진은 금기다 여성의 경우 데이 드레스나 바지를 입되 재킷이나 가디 건을 걸쳐야 하고 남자는 카키색의 치 노 팬츠(Chino Pants: 치노라 불리는 두꺼운 능직의 면직물로 만든 면바지) 를 입는 것이 예의다 여왕의 경우는 좀 더 특별하다 엘 리자베스 2세 여왕은 유난히 밝은색의 의상을 즐겨 입는데 이는 대중 속에서 여왕의 존재가 쉽게 눈에 띄도록 하자

보석 머리 장식은 상류층 유부녀의 신분을 알리는 역할을 한다

는 목적이 있다고 에티켓 전문가 그랜 드 해롤드는 설명한다 이런 이유로 여왕은 비 올 때도 얼굴이 잘 보이는 투명 우산을 쓴다는 것 92세 고령에도 활발하게 대외 활동 을 하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은 항상 분홍색 파랑 노랑 등 화려한 색 의 상에 맞춰 밝은 색 모자를 쓰곤 해 영 국 국민들 사이에 여왕이 오늘은 어 떤 색 옷을 입을까도 관심거리다 결혼식 때 즐겨 쓰는 왕관이나 보 석 머리 장식은 왕실의 결혼한 여성만 착용이 허용된다 이는 오래전부터 상 류층 여성이 유부녀 신분을 알리는 수 단으로 사용해 온 전통 머리 장식 여 성과 독신남성의 대화가 허용되지 않 았던 시대도 있었다 유이나 객원기자

로열 어린이도 드레스 코드

영국 왕실의 드레스 코드는 어린이에 게도 적용된다 특별히 이 복장 규정 은 주로 남자어린이에게 해당된다 영 국의 에티켓 컨설턴트 윌리엄 핸슨에 의하면 영국의 상류층은 신분을 나타

내는 표식으로 어린 소년에게 7~8세 까지 짧은 바지를 입히고 있다는 것 윌리엄 왕세손의 아들인 4세의 조지 왕자가 추운 날씨에도 공개석상에서 짧은 바지를 입는 이유다 16세기 영국 왕실의 남자 어린이 는 8세까지 드레스나 치마를 입어야 했다 19세기부터 짧은 바지를 입기 시작 한 것으로 전해진다 치마를 입혔던

것은 배변 교육을 쉽게 하기 위한 목 적에서 비롯됐다 어린 소년에게 입히는 전통적 짧은 바지는 소변을 보기 쉽도록 바지 앞섶 을 열고 닫을 수 있도록 디자인됐으며 길이는 무릎 바로 위 앉을 때 불편하 지 않도록 엉덩이 부분이 풍성한 것도 특징이다 양말은 3~4세까지는 무릎 까지 이후부터는 발목까지 오는 양말 을 주로 신긴다

보석 이야기

파베르제 이스터 에그 초등학교 5학년 크리스마스를 앞둔 어느 겨울 날의 이야기다 영화를 보여주겠다는 아버지의 꼬임에 빠져 나는 비뇨기과에서 남자로 거듭나 는 성형수술을 받은 적이 있다 당시 한창 인 기를 끌던 할리우드 영화 7인의 신부를 보여 주겠다며 아버지는 나를 단성사 앞으로 불러냈 고 나는 들뜬 마음에 한 걸음에 그곳으로 달 려 갔다 아버지와의 부푼 상봉도 잠시 아버 지는 영화를 보러 가기 전에 잠깐 고래 한마리 잡고 가면 어떨까 하며 나를 극장이 아닌 병원 으로 유인했다 완강히 거부했던 나는 십분이 면 끝난다는 새빨간 거짓말에 속아 수술대에 올랐다 당시 나는 그 영화가 나오기만을 학수고대 했 기에 영화만은 포기할 수 없었다 그래서 결심 했다 그래 눈 한번 감자 하며 나는 악마의 속삭임을 받아들였다 영화를 볼 생각에 이를 악물고 한창 수술을 받고 있을때 옆에서 수술을 지켜 보시던 아버 지가 갑자기 그 자리에 풀석 쓰러져 버리셨다 당황한 의사는 나를 수술하다 말고 나와 간호 사 둘만을 남겨 놓은 채 아버지의 응급처치를 위해 옆방으로 이동했다 나는 나의 모든것을 드러내놓고 한참이나 그녀와 둘만의 시간을 가 져야 했다 비록 그녀가 나보다 한창 어른이었 지만 나는 당시 무진장 창피했다 아버지는 하나밖에 없는 귀한 아들의 몸에 그 것도 아주 중요한 그곳에 칼을 들이대자 그만 기절해 버리신 거다 나는 수술을 끝내고 아버 지가 있는 옆방으로 이동했고 아직 영화시간이 남아 있기에 일말의 희망을 갖고 아버지가 회복 되기만을 기다렸다 하지만 아버지는 링거를 맞던 몸이 가벼웠던 지 일어나실 생각은 않고 기분 좋게 코를 골며 숙면에 들어갔고 나는 그옆에서 엉엉 울었다 늦은밤이 돼서야 아버지를 부축해 집에 도착할 수 있었고 나는 그날 고래만 잡고 영화는 볼 수 없었다

러시아 황제 알렉산더 3세는 유럽에서 시집 와 항상 고국을 그리워 하던 황후 마리아 페 오도르브나를 위해 부활절 선물로 보석 명장 파베르제에게 보석으로 장식된 이스터 에그를 주문하게 된다 이 뜻밖의 선물은 황후를 감 동시키는데 이를 계기로 황제는 황후를 위해 연례 행사로 파베르제에게 이스터 에그를 주 문했다 알렉산더 3세 사후에도 전통은 아들 니콜라 스 2세에게 이어졌고 1917년 러시아 혁명 전까지 만들어 지게된다 파베르제는 32년 간 50개의 이스터 에그를 만 들었는데 그중 8개는 러시 아 혁명 때 분실됐고 오늘날 42개만이 전해 내려온다 파베르제 이스터 에그는 해리 김 대표 황후를 생각하는 황제의 K & K 파인 주얼리 마음에서 새롭게 탄생된 보석이다

C


62

생활경제 생활경제

2018년 5월12일 16일토요일 수요일 2018년 5월

금리 상승  가계 여윳돈 불리기 절호 찬스 온라인 세이빙 안정성 고이자 머니마켓 펀드 고수익 고위험 1년 CD 220% 상품도 출시 금리가 올라가면서 가계 여윳돈 을 불릴 수 있는 많은 선택이 기 다리고 있다 여윳돈을 대형은행에만 넣어두 고 있다면 온라인 은행이나 크레 딧유니온 지역 은행 등 다른 금 융기관에서 돈을 불릴 수 있는 기 회를 놓칠 수도 있다 앨리뱅크 아메리칸 익스프레 스 내셔널 뱅크 골드만삭스 마커 스 앨리언트 크레딧유니언 같은 은행들은 현재 새 온라인 세이빙 계좌에 15% 이상 1년 CD(양도 성예금증서)에는 2% 이상의 이 자율을 지급하고 있다 캐피탈원 의 온라인 360 머니마켓 계좌의 이자율은 16%다 반면 체이스 HSBC 웰스파 고 같은 대형 은행은 현재 001% 의 이자율을 제공하고 있다 은행 들 사이 이자율 경쟁은 고객의 여 윳돈을 유치하기 위한 경쟁이기 도 하다 점차 주요 단기 금리가 인상된데 이어 올해 적어도 2번 인상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런 이 유로 현재 돈을 묶어둔 상품을 재 검토하고 싶을 수도 있다 현금을 불리기 위한 상품을 선택할 때는 위험에 대한 안전성 돈이 필요한 시기 이자율을 극대화하기 위한 유동성 등을 살펴야 한다 현금을 불리기 위한 상품을 선택할 때 고 려해야 할 전략이 있다 안정성&최대 이자 온라인 세이빙 계좌는 현재 연 간 15% 이상의 수익률을 제공한 다 온라인 세이빙 계좌는 가장 안전한 저축수단 중 하나로 은행 이나 크레딧유니언을 통해 계좌 당 최대 25만 달러의 예금이 연방 보험에 의해 보장된다 디파짓어 카 운 트 (DepositAccounts)와 뱅크레이트(BankRate) 같은 웹 사이트를 통해 이자율을 확인할 수 있다 디파짓어카운트(De positAccounts) 사이트에서는 계좌의 이자율 내역도 확인이 가 능하다 최소 예치금액 수수료 ATM과 체크 사용 정보 등도 살 펴봐야 한다 또한 제한사항도 꼼 꼼하게 살펴본다 예를들어 파퓰 러 디렉(Popular Direct)은 다 른 금융기관에서 5000달러를 직 접 입금하는 새 세이빙고객에게 2% 이자율을 제공한다 하지만

금리가 올라서 CD채권머니마켓 펀드로 돈을 불리기에 좋은 시기다 상품마다 이자율 및 편의성 기간 등에 상당한 차이가 있는 만큼 잘 비교해 선택해야 한다

조기 해지 벌금인 25달러를 피하 기 위해서는 180일 동안 돈을 유 지하고 있어야 한다 머니마켓 계좌는 요즘 18%의 이자율을 제공하고 있다 세이빙 계좌와 비슷하지만 몇 가지 추가 혜택 및 제한이 있다 은행과 크 레딧유니온이 제공하는 이 계좌는 최대 25만달러까지 보장하는 보험 에 가입되어 있다 금융기관은 고 객이 맡긴 돈을 안전하고 단기적 인 국채에 투자해 더 높은 이자율 을 제공할 수 있다 머니마켓 계 좌에 많은 돈을 예치해 놓으면 온 라인 세이빙 계좌보다 안정적인 이자율로 더 많은 수익을 얻을 수 있다 일부 머니마켓 계좌는 일정 예치금액 이상에 대해 높은 이자 율을 제공하고 있기때문이다 머니마켓 계좌를 열때는 필요 한 특징이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예를 들어 캐피탈원은 360 머니마 켓 계좌의 체크를 제공하지 않는 다 디파짓어카운트 사이트에서 계좌 개설 유지 및 해지 등에 관 한 고객들의 리뷰와 금융기관의 건전성을 검토해본다 D나 F 등 급의 기관은 피한다 고수익고위험 머니마켓 펀드는 고객이 맡긴 돈을 CD(양도성 예금증서) CP (기업 어음) 같은 단기 금융상품 에 집중 투자해 단기 실제 금리의 등락이 펀드 수익률에 빠르게 반 영되도록 설계된 초단기 공사채 형 상품이다 요즘 금리가 오르고 있으므로 보조 세이빙 계좌로 혹 은 비상금의 일부를 유지하기에 좋은 선택이다 머니마켓 펀드는

뮤추얼 펀드와 투자회사가 제공 하고 있으며 현재 185%의 수익 률을 제공한다 머니마켓 펀드는 매우 안전한 단기국채 등에 투자된다 증권 계 좌를 가지고 있으면 편리하지만 세이빙 계좌나 머니마켓 계좌와 다르게 보장되지 않고 고수익 세 이빙 계좌에 투자하는 것보다 원 금 손실 등 더 많은 위험이 있다 머니 마켓 펀드는 일반적으로 500달러 이상의 최소 예치금을 요 구하지만 그 이후 입금하거나 인 출 할 수 있는 금액 또는 거래 빈 도수를 제한하지 않는다 체크를 사용하거나 직접 입금을 준비하 거나 경우에 따라 ATM을 사용할 수 있다 고수익률안정성 커뮤니티 은행과 크레딧유니온 이 제공하는 고수익보장 체킹계좌 (High-yield reward check ing accounts)는 현재 35%로 다른 상품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높 은 이자율을 제공하며 25만달러까 지 보장한다 첫 예금 및 최소 잔 액이 없거나 매우 낮은 경우 일 반적으로 한 달에 6-12번 데빗카 드 거래를 해야하며 매월 최소 한 개의 디렉트 디파짓을 해야 하고 전자 명세서를 받는 것에 가입해 야 한다 이 계좌를 사용하면서 높은 잔액 을 잘 유지하면 최고 수익률을 얻 을 수 있다 하지만 그 이후에는 금 리가 급격하게 떨어질 수 있다 예 를 들어 헤리티지 은행의 이센티브 체킹계좌 상품은 첫 예치금이 2만 5000달러로 이자율은 333%이다

5월 최고의 CD 상품은 은행

APY(%)

기간 (yrs)

최소 예치금액($)

마커스

280

5

500

캐피탈원

275

5

0

싱크로니

245

4

2000

마커스

240

4

500

캐피탈원

235

3

0

마커스

220

1

500

싱크로니

215

1

2000

골드만삭스뱅크 USA 220

1

500

앨리

6개월

25000

175

하지만 현재 이자율은 015%다 많은 계좌들이 높은 이자율 적 용을 1만 달러 이하로 제한하고 있다 그래서 각 계좌의 최고 이 자율을 위해 최대치 제한 금액 이 하로 잔액을 유지해 여러 개의 계 좌를 가지는 경우도 많다 기간제 상품 국채(Treasury bills)는 연방 정부의 신뢰도와 신용이 뒷받침 하고 있다 기간에 따라 1년 미만 의 단기채권에서 2년5년10년의 장기채권 30년 만기 장기채권으 로 나뉜다 채권의 경우 만기가 길어질수록 수익이 높아지는 성 향이 있지만 금리가 높아질 때는 장기 채권보다는 중간 만기 채권 을 구입하는 것이 위험을 줄이고 수익을 극대화시킨다 국채는 예 를들어 1000달러를 998달러로 할 인해서 사기 때문에 기한 전에 팔 면 많은 수익을 얻지 못할 수 있 다 CD보다는 유동성이 있지만 잠재적인 손실을 볼 수 있다 최소구매액은 100달러로 할인 해 구입할 수 있다 수수료를 피 하려면 재무부 사이트(Trea suryDirectgov)를 이용해 연 방정부로부터 직접 구입한다 이

자는 주 및 지방세에서 면제된다 CD는 정기예금 계좌로 입금한 돈 에 일정한 이자를 지불한다 일반 적으로CD 기간은 6 12 18 24 36 48 및 60 개월로 예치 기간이 길수록 이자율이 높다 현재 6개 월 이상 CD는 2% 이자율을 제공 하고 있다 1년 CD 경우 225% 이자율 상품도 찾을 수 있다 대 형은행 커뮤니티은행 크레딧유 니온 등에서 제공하고 있으며 최 대 25만 달러까지 보장된다 일반 적으로 CD 기간이 끝나기 전 인 출하면 이자를 받지 못한다 새 CD상품 중 일부는 벌금 없이 돈 을 인출할 수 있지만 수익률이 낮 다 금리가 지속적으로 인상될 전 망이면 1년 이상 CD에 투자하는 것은 현명하지 않다 만료되기를 기다리는 동안 더 높은 금리 상품 을 놓칠 수 있다 CD 상품을 찾 을 때는 연간 수익률 기간 최소 보증금 및 조기인출 벌금을 고려 해 선택해야 한다 뱅크레이트가 50개주에 있는 4800개 은행과 크레딧유니온을 정기적으로 조사한 결과 5월 최고 의 CD 상품은 위의 표와 같다 이은영 객원기자

언제 어디서든 세상을 읽다!

dallas@koreadallytx.com / houston@koreadallytx.com / austin@koreadallytx.com

Dallas_972.242.9200, Houston_832-366-7720, Austin_512.537.1062

C


푸드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와 함께 하는 알아두면 유용한 식품 상식

더위 먹은 증상에 좋은 음식 안녕하세요!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 되었습 니다. 지난 주에는 더위에 좋은 음식들을 알아 봤었는데 이번에는 거의 비슷한 주제 이긴 합니다. 이번 시간에는 더위 먹은 증 상에 좋은 음식들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지 도록 하겠습니다. 이제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면, 외부활 동 중에는 땀이 주륵주륵 흘러 찝찝하고 더위로 인해 무기력해지신 분들에게 도움 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까 싶어 이런 주 제로 정했습니다. 여름철엔 아침, 밤 할 것 없이 온도와 습 도가 높고, 일을 해야하는 낮시간때는 너 무 더워 모든 일의 능률이 떨어지고, 입맛 이 없어 식사를 제대로 못하는 분들도 많 이 있습니다. 더위를 먹는다는 것은 ‘열사병’ 또는 ‘일 사병’ 이라고 합니다. 열사병과 일사병은 다른점이 있는데, 일사병 증상으로는 무기 력증, 갑작스러운 현기증과 두통, 복통 및 구토, 심박동이 매우 빨라지면서 정신이 혼 미해지는 증상이 나타나고, 심할 경우에는 실신을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열사병은 고온, 더운 환경, 햇빛이 내려 쬐는 곳에서 작업을 하거나 운동 등을 할 때 체내에 열발산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않아 체온이 40도 이상의 고열이 나타나는 증상으로 땀이나지 않는 무한증, 중추 신 경계 기능 이상으로 신속하게 치료를 받 지 못할 경우 사망에 이를 수도 있는 위급 한 응급상황으로 노인들에게 많이 나타나 는 고전적 열사병과 젊은층에게 많이 일어 나는 운동성 열사병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더위 먹은 증상에 좋은 음식을 아래에 소개합니다.

쑥 - 쑥은 여름철 더위로 인하여 혈액이 피부 표면쪽에 몰려있어 상대적으로 속이 냉해질 수 있을때 도움이 되는 음식으로 쑥차를 끓여 미지근하게 식혀 틈틈히 섭취 하는 것도 여름철 건강관리에 많은 도움이 되고, 무기력증, 만성피로 증상 개선 효과 도 있습니다. 오이 - 수분함량이 높고, 더위로 인해 체

내에 쌓여있는 열과 습기를 없애주는 채소 로 더위로 인해 몸이 지치고 무기력해졌을 때 섭취하면 도움이 되는 더위먹은 증상에 좋은 음식입니다. 하지만 오이는 평소 위 가 약하거나 냉증이 있는분들에게는 맞지 않는 채소이기때문에 되도록 그런 분들은 드시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수박 - 수박은 비타민, 칼슘, 리놀렌산 이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고 수분함량이 높 아 해열, 갈증해서, 피로회복 효과가 띄어 난 수박도 더 위로 인해 지쳤을때 드시면 도움이 되기때문에 즐겨드시는 것도 건강 관리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토마토 - 수분과 칼륨이 함유되어 있어 열사병이나 일사병, 더위예방에 효과적이

며, 항산화성분이 효과를 발휘하게 됩니다. 오미자차 - 오미자차는 신맛으로 더운 여름철 떨어지기 쉬운 입맛을 보강해주고, 이와 함께 여름철 체내 수분 공급에 큰 역 활을 하는 체철 음료입니다. 여름철 더위 와 함께 열사병에 좋은 오미자차를 드신다 면 입맛을 돋워주고 이와 함께 수분공급도 함께 해주어 체온을 떨어지게 하는 효과도 있는데다 비타민 공급으로 면역력까지 길 러주니 여름철에 정말 좋은 ‘차’ 입니다. 된장국 - 된장국이 아니라도 염분이 들 어있는 음식을 드시면 좋습니다. 열사병으 로 인한 탈수증세로 수분 부족과 함께 염 분도 함께 부족해지기 때문에 체내 염분을 끌어올려주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겠습니

생활과

수 지 침

다. 열사병에 걸린 경우에는 수분공급과 함 께 적정량의 염분 섭취를 통해 탈수증상을 막아주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더위먹은 것에 대비할만한 음식들은 이 외에도 훨씬 더 많겠습니다만 오늘은 이정 도만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더위를 먹는 것에 대해서 주위하실점은 더운 곳에서 장시간 작업하거나, 한여름 직 사광선만 피해주시면 얼마든지 막을 수 있 는 계절적 질환이기 때문에 꼭 주의하시고 미리 예방하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앞으로 시작되는 본격적인 여름철, 건강 유의하시고 모두 건강하게 보내시기를 희 망합니다. 감사합니다. H MART 이주용 차장

수강생 모집 커리큘럼 1주차. 오리엔테이션 및 소화불량시 대처법 2주차. 수지침식 건강비법 3주차. 졸도시 응급 처리법 4주차. 각종 관절 통증시 치료법

시간: 매주 수요일 10-11 장소: 중앙일보 문화센터 아카데미 강의실 수강료: $100 (총4회)

강사: 김은영 2003년 수지침 자격증 취득 조지아에서 수지침 교실 운영 조지아 중앙일보 수지침 강좌 개설 교회 내 수지침 활동 및 강좌 운영 (2003 – 2004)

주최:

후원:

C

7


8

전면광고

2018년 5월 16일 수요일

주최

2018 텍사스 중앙일보

예술

Korea Daily Texas Art Contest

텍사스 중앙일보 문화사업부에서는 북미 지역 내 인재발굴 및 육성을 위한 문화사업의 일환으로 2018 텍사스 중앙일보 예술공모전을 개최합니다. 북미 지역의 권위 있는 예술공모전으로 자리잡고 있는 텍사스 예술공모전은 텍사스 중앙일보와 H Mart가 공동 주최하고 지역 한인단체와 업체가 후원합니다. ▲ 공모자격

▲ 공모부문 (주제 제한 없음)

- 북미 지역에 거주하는 한인/외국인 - 본지 예술공모전 동분야에 등단하지 아니한 자 - 출품하는 모든 응모 작품은 미발표된 순수 창작물이어야 함

- 웹사이트www.koreadailytx.com 참조

▲ 수상자 특전 문학

각 장르 대상 수상자 등단 자격 부여 텍사스 중앙일보 칼럼니스트로 활동 기회 부여 수상작 예술대전 책자에 발표

미술

수상작 H Mart 문화센터 특별전 전시·전시 리플렛 및 예술대전 책자 제작 작가 활동 기회 -추천작가 본 예술공모전에서 동일분야 3회 이상 입선 경력이나 2회 이상의 우수상 이상의 경력을 갖는 자, 또는 1회 이상 대상 수상자 -초대작가 본 예술공모전의 심사위원과 2회 이상의 대상 수상자

사진

수상작 H Mart 문화센터 특별전 전시·전시 리플렛 및 예술대전 책자 제작 텍사스 중앙일보 지면 통해 작품 게재

▲ 응모일정 접수 기간 수상자 발표 시상식 및 수상작 전시

2018년 4월 15일(일) ~ 6월 16일(토) 마감 2018년 7월 7일(토) 텍사스 중앙일보 지면 및 수상자 개별 통보

2018년 8월 중 예정 (추후 공지)

▲ 제출방법 - 방문 접수 또는 텍사스 중앙일보 홈페이지 www.koreadailytx.com 에서 접수증 다운로드 (접수증 및 참가비 미 첨부 시 접수불가)

- 문학/사진 부문: E-mail 접수(E-mail: koreadailytx@gmail.com) / 참가비는 직접방문 및 우편 접수 - 미술 부문: 텍사스 중앙일보로 방문 및 우편 접수 (주소: 2625 Old Denton Rd, #106, Carrollton, TX 75007)

※ 참가비: 문학: $50 / 미술사진: $100불, 체크 우편 및 방문 접수 ※ 참가비 Check 수령인에 ‘koreadailytx’기재 ※ 대상작품의 저작권은 주최측에 귀속됨

문의 중앙일보 문화사업부

972-242-9944

후원 : H-Mart, 달라스 한인회, 민주평화통일 자문회의 달라스 협의회, 포트워스 한인회, 휴스턴 한인회, 휴스턴 코리안저널, 어스틴 한인회, 샌안토니오 한인회, 달라스 한인 경제인협회, 달라스 한국 어머니회, 달라스 한국여성회, 세계한민족 여성 네트워크(달라스), 달라스 한인문학회, 달라스 연극협회, 데이빗 스미스 변호사, 박길자 라인댄스, 한나이슬, 월드아리랑 전통예술원, 황경숙 사랑의 노래교실, 정평수 정신심리 클리닉, SNG DIALYSIS, CHOICE CAP C

5월 16일(수) 2018년 텍사스 중앙일보 달라스 판  

가족과 함께여서 더욱더 행복하고 풍성했던 그림 그리기 대회

5월 16일(수) 2018년 텍사스 중앙일보 달라스 판  

가족과 함께여서 더욱더 행복하고 풍성했던 그림 그리기 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