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ge 1

december 2013 vol.01 premium culture digital magazine

tasty

c o ol 돌아온 테이스티 , 형제는 용감했 다


tasty cool

돌아온 테이스티, 형제는 용감했다 photography by Lee Jin Hyuk(studio pingpong) editor by Choi Ji Eun design by jung myung hee

2 | ize&


대룡 네오프렌 톱 엔트로페, 팬츠 카이아크만, 레더 팔찌 쥬얼카운티, 링 비아토리, 슈즈 컨버스. 소룡 레더 베스트 엔트로페, 데님팬츠와 체크셔츠 칩먼데이, 네크리스 존리치몬드by존화이트, 레더 팔찌 쥬얼카운티, ize&슈즈 | 3파스콸레


4 | ize&


슬리브리스 후드톱 엔트로페, 팬츠 스티브J&요니P, 네크리스 존리치몬드by존화이트, 링 쥬얼카운티, 양말 스티브J&요니P, 슈즈 캠퍼

ize& | 5


대룡 블루종 재킷 마크 맥네어리by비이커, 티셔츠 아디다스, 팬츠 칩먼데이, 스냅백 레이지비, 네크리스 존리치몬드by존화이트, 링 쥬얼카운티, 슈즈 포인터by플랫폼 소룡 레더 바이커 재킷 엔트로페, 티셔츠 조이리치, 팬츠 레스옴므by존화이트, 비니 스티브J&요니P, 슈즈 어그

6 | ize&


안무나 랩을 서로 봐줄 때도 있는데 굉장히 냉정하다. 내 동생, 형제가 아니라 싫어하는 사람이 썼다 치고 제 3자 입장에서 평가한다.(웃음) 그렇게 생각하고 봐도 좋으면 진짜 좋은 거니까.

똑같은점퍼를입은두청년이성큼성큼걸어들어왔다.끝이

홍콩에서 촬영한 뮤직비디오는 어떤 내용인가. 대룡 여자 친

처진 눈초리로 언제나 싱글싱글 웃는 얼굴인 것까지 꼭 닮은

구인 이솜 씨와 내가 가게를 차리고 같이 지냈는데 헤어져서

쌍둥이는 여전히 구분하기 쉽지 않은 형제다. 하지만 자세히

여자친구가돈많은남자에게간다.그러던어느날내가가게

보면 점퍼의 깃과 후드의 디자인이 미묘하게 다르듯, 하나의

문 열고 영업을 시작하려는데 여자 친구가 다시 와서 받아주

길을 가고 있으면서도 서로의 차이를 뭉뚱그려 지우지 않는

고,예전을생각하며같이잘지내다가결국또안좋은일이생

테이스티는 관찰하는 즐거움이 있는 팀이다. 그리고 올해 데

겨서내가배신당한다.‘떠나가’라는노래에어울리는내용이

뷔1년만에소속사울림엔터테인먼트가SM C&C에인수합

다. 소룡 나도 이솜 씨를 좋아하는데 고백하지는 못하고 둘의

병되며예상치못했던변화를겪은이들은두번째싱글앨범

연애를 보며 주위에서 어슬렁거리는 역할이다. 내가 조연이

수록곡 ‘MAMAMA’에 이어 듀스를 떠올리게 하는 레트로 댄

고매니저형이단역으로출연했다.(웃음)

스곡‘떠나가’로숨가쁘게돌아왔다.“당장내일할일이가장

비슷한 시기에 열린 소녀 시대의 홍콩 콘서트 오프닝 무대에도

중요하다”는형대룡과“먼미래에는새로운꿈을꿀것같다”

섰는데 어떤 경험이었나. 대룡 꿈에도 생각하지 못한 일이었

는동생소룡,그러나분명한건“노인이되어서도함께”일거

다.연습생때친구들과소녀시대콘서트를보러간적이있다.

라는테이스티의이야기.

우리랑친한missA의민이소녀시대의효연이랑친해서초대 받은거였다.그런데몇년전정말멋지다고생각하면서봤던

‘떠나가’는 데뷔곡 ‘너 나 알어’나 ‘MAMAMA’에 비해 친숙한 사

공연의오프닝에우리가설수있다는게신기했다.소룡 앞으

운드의 곡이다. 좀 더 대중적인 선택일 수도 있는데 마음에 드

로 또 무슨 좋은 일이 생길지 모르니까 열심히 살아야겠다고

나. 대룡 나는 원래 기대 같은 걸 안 하는 타입인데 이번 곡은

생각했다. 그리고 소녀시대의 팬 분들이 우리 무대에서도 호

티저영상이공개된뒤부터많은분들이기대하시는것같다.

응을잘해주셔서고마웠다.특히모처럼남자목소리가들리

하지만 한방에 히트하겠다는 생각보다는 우리가 서 있는 계

니까기분이좋았다.사실우리도사인회에오시는남자팬분

단에서한걸음더올라가는계기가되면좋겠다. 소룡 유튜브

들이있긴하다.여자들사이에서뻘쭘할것같아서더잘해드

로듀스나클론선배님들영상을즐겨본다.정말최고였던분

리는데음악방송현장에는잘안오시더라.

들이고우리처럼멤버가두명이니까배울점이많다.특히듀

울림 엔터테인먼트가 SM C&C와 합병하면서 새로운 일들도

스는멤버가여러명인팀이부럽지않을만큼진짜멋지다고

많이 경험했을 것 같다. 소룡SM타운라이브월드투어에도참

생각했는데 영광스럽게도 비슷한 스타일의 곡이라고 들었

여하고 할로윈 파티에도 초대받았는데 모든 게 신기하고 좋

다.처음으로멜로디가중심인노래이기도해서더잘하고싶

았다.할로윈파티에서윤아씨랑같이사진찍은걸보고친구

다. ‘너 나 알어’나 ‘MAMAMA’는 춤이 격한데다 약간 지르는

가 진심으로 부러워하기도 했다. 아, 며칠 전에는 SM에서 금

스타일의 보컬이었는데 ‘떠나가’에서는 평소 노래하는 발성

한 돈으로 만든 배지를 보내주셨다. (사진을 보여주며) 무겁

으로자연스럽게불렀다.랩파트는라이머선배님과함께작

다.(웃음)

업했는데 우리도 평소 랩을 좋아하고 많이 듣고 직접 쓰기도

EXO 멤버들과 함께 찍은 사진들도 화제가 됐다. 대룡‘MAMAMA’

하는편이라재미있었다.

컴백때방송국에갔더니EXO친구들이인사를하러왔다.그

랩을 직접 쓸 때는 어느 나라 언어로 쓰나. 소룡 영어와한국어

런데 레이가 다가오더니 “중국에서 왔지? 나도 중국에서 왔

를섞어서쓰는데필요하면중국어로도쓸수있을것같다.내

어”라고해서인사나누고다른중국멤버들과도친해졌다.그

용은 그날그날 느낀 것들이 중심이다. 대룡 (휴대폰을 꺼내

러면서세훈이,수호등한국멤버들과도친해졌다.소룡 새로

며)하나읽어드리겠다.“끝의시작시작의끝/시작을위한끝

노래나오면들려주고,안무짠거보여준뒤에어떤지물어보

끝을위한시작/시작은설레고끝은슬프나가끔은거꾸로돌

기도한다.가끔같이만나놀기도했는데요즘그친구들이바

아가는세상때문에/시작이슬프고끝이설렌다”안무나랩을

쁘고우리도컴백준비때문에못본지좀됐다.

서로봐줄때도있는데굉장히냉정하다.내동생,형제가아니

10월에 있었던 SM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베이징 공연에 참여

라싫어하는사람이썼다치고제3자입장에서평가한다.(웃

한 소감도 궁금하다. 소룡 어릴때부터그렇게큰무대에서고

음)그렇게생각하고봐도좋으면진짜좋은거니까.

싶었고 상상도 해 봤지만 생각보다 너무 일찍 이뤄지니까 믿 ize& | 7


을 수가 없었다. 평생 잊지 못할 것 같다. 대룡 공연이 열린 베

하고매너있게행동하려고한다.

이징 올림픽 주경기장은 중국 최고의 스타도 다섯 명 정도밖

원활한 소통을 위해서는 언어가 중요할 텐데, 좀 아까 “외람된

에못서본곳이다.8만명이나들어가는,거의‘명예의전당’이

말씀이지만”이라는 표현을 쓰는 게 인상적이었다. (웃음) 소룡

라고할수있기때문에한마디로영광이었다.사실그당시에

한국어레슨을쉬어본적이없다.주제를정해얘기하다가우

는 오랜만에 굉장히 긴장했다. 꼭 큰 무대라서가 아니라 SM

리가 틀리거나 발음이 부정확하면 선생님이 고쳐 주신다. 똑

타운공연에처음같이간거니까,게임으로치면홈쿼터가아

같은 것만 배우면 재미없으니까 뉴스를 읽기도 한다. 대룡 고

니라원정경기에나간기분?(웃음)하지만팬분들이,쉽게말

급스런문장을쓰고싶은욕심은없고,내생각을충분히전달

해 ‘자기 오빠’만 응원하는 게 아니라 자기 오빠, 남의 오빠 가

하면서욕이나비속어가안들어가면된다.TV를보며배울때

리지않고호응해주신덕분에반응이기대보다좋았다.물론

도많다.

우리가중국인이라는것도이유가될거고.

좋아하는 프로그램은? 대룡MBC<라디오스타>,진짜재밌게

연습생 기간과 박진영의 백업 댄서로 활동한 기간을 포함하면

본다.출연하게된다면영광이겠지만우리가더잘된다음에

데뷔가 이른 편은 아니었는데 어느새 출발점으로부터 훌쩍 멀

나가야할말도,MC분들이물어보실것도많지않을까.

리 와 버린 것 같다. 소룡 중국에서는 시골, 아주 작은 도시에

MBC <우리 결혼했어요> 같은 프로그램은 어떨까. 대룡 나랑

서살았다.전체도시에빌딩이두세채정도밖에없고길에나

잘맞을것같다!난여자친구랑같이있으면장난도잘치고배

가면아는친구들을다만날수있을만큼작은동네였다.우리

려도굉장히많이하는성격이라잘할수있을것같다.하지만

가열여덟살때쯤어머니가한국에계셨는데,엄마랑같이생

소룡이는안된다.다큐된다.(웃음)소룡그건그렇다.나는굉

활하려고왔다가둘다춤을좋아하니까같이춤을추면어떻

장히자상한편이지만대룡이는자상하면서재미있을거다.

게될까궁금해서오디션을봤더니합격했다.시작은그랬다.

MBC every1 <주간 아이돌>에서 서로 사랑한다고 말하도록 시

중국에서 나고 자라 미국에서 트레이닝 받고 한국에서 데뷔한

켰을 때 굉장히 곤란해 하더라. 평소 형제간에 가장 살가운 표

독특한 케이스다. 문화적 차이로 인한 어려움은 없었나. 대룡

현은 뭔가. 소룡 보통 때는 “잘 했어”라고 칭찬해주는데, 최고

낯선것에대한거부감이없는편이다.열아홉살때미국에처

의애정표현은“걱정하지마라.니뒤엔내가있다”인것같다.

음갔을때도할렘에살았다.위험한동네였는데도착한날바

반대로가장나쁜말은“너는최악이야”(웃음)대룡하지만오

로 밖에 나가서 쇼핑했다. 속으로는 좀 겁먹었지만 겉으로는

늘 밤에 엄청나게 싸웠다가도 내일 아침이면 서로 장난치면

괜찮은척,안무서운척하면서.(웃음)소룡둘다호기심이많

서시작한다.남이랑은틀어지면얼굴도안보거나그럴수있

고긍정적인성격이라어딜가도그나라문화에잘적응한다.

지만우리끼리는그자리에서할말다하고 풀어버린다.

그런데다른데선괜찮은게여기오면안괜찮은것도있어서

2013년이 마무리되는 시기에 ‘떠나가’ 활동을 시작하는 지금,

애를먹었다.인사하나만해도미국과한국의스타일이다르

올해를 돌아보면 어떤가. 대룡 한 마디로 꿈? 말도 안 되는 일

니까.

들이일어났다.생각지도못한행운과함께한것같다.소룡모

가수로서의 테이스티에 대한 평가와 별도로 국적에 대해 부정

든게신기하고,내가진짜멀리왔다는걸느낄때마다앞으로

적인 시선을 느끼기도 하나. 소룡 기사댓글도많이보는데,사

더멀리갈수있을거라는가능성을본다.앞으로더열심히하

람마다생각이다르다는걸받아들인다.누군가는욕하고,누

면원하는대로갈수있을것같다.

군가는상관안하고,또누군가는그래도우리를좋아하는것

만약 내일 아침 자고 일어나면 고향에 있고 아직 열여덟 살이

같다.나쁜얘기에다힘들어하면못산다.대룡솔직히마음이

고, 그 동안의 고생도 영광도 모두 꿈이었다면 어떻게 하겠나.

좀다운될때도있지만그럴수록내가좀더잘해야겠다는생

대룡 꿈 하나 잘~ 꿨다, 하고 그 날의 할 일을 하겠다. 전에도

각이든다.외국인이라는게우리에게짐이라면짐이될수도

좋은 꿈을 몇 번 꿨지만 깨고 나서 억울해 하지는 않았다. 소

있는 건데 핸디캡이 조금 더 있는 만큼 더 잘 해야 할 것 같다.

룡 이제는왜여기까지오는데몇년이나걸렸는지아니까잘

소룡 바로그점이동력이되기도한다.내가진짜잘못을저지

못된선택을줄여서힘들었던시간을단축할수있을것같다.

르면그것까지더해서욕먹게될테니까뭐든지더열심히,착

(웃음)

누군가는 욕하고, 누군가는 상관 안 하고, 또 누군가는 그래도 우리를 좋아하는 것 같다. 나쁜 얘기에 다 힘들어하면 못 산다. 바로 그 점이 동력이 되기도 한다. 내가 진짜 잘못을 저지르면 그것까지 더해서 욕먹게 될 테니까 더 열심히, 착하고 매너 있게 행동하려고 한다. 8 | ize&


스타일리스트 김명희 헤어 조영재 메이크업 이준성 어시스턴트 문지선,박선희 의상협찬 비이커 02.543.1270 존화이트 02.3440.5303 스티브J&요니P 02.543.4776 엔트로페 02.547.1870 조이리치 070.4655.7757 칩먼데이, 스핏파이어 070.6305.0427 어그, 아디다스, 카이아크만, 컨버스, 플랫폼 02.3447.7701 캠퍼 02.3444.1730 레이지비, 비아토리 02.516.7933 모리, 쥬얼카운티, 파스콸레 ize& |9 02.3448.0805

Ize& Vol.00: TASTY  

웹진 <ize>에서 만든 새로운 디지털 매거진 <IZE&>에서 테이스티를 만났습니다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