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u on Google+


CONTENTS 들어가는 말 PROLOGUE ............................ 2 야 외 전 시 OPEN DOOR EXHIBITION .......... 4 실 내 전 시 INDOOR EXHIBITION ............... 28 개 막 식

OPENING CEREMONY............... 48

3 1


들어가는 말 Prologue

부산자연예술인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창작공간ARTinNATURE가 주관하며 부산문화재단,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부산은행, 부산광역 시, 부산서구청이 후원하는 2013 부산꽃마을국제자연예술제(이하 FINAF)가 올해로 9회를 맞는다. 2005년을 시작으로 내년이면 10주년인, 부산을 대표하는 국제적 커뮤니티 문화 예술제인 부산꽃마을국제자연예술제는 올해 ‘예술 의 숲을 거닐다’라는 주제로 설치 미술, 공공커뮤니티 공간조성, 공공미술벽화 사업 등이 진행되어, 마을과 주변 등산 산책로를 갤러 리 삼아 자유롭게 전시와 퍼포먼스 음악 공연과 함께 어우러질 것이다. 예년과 다름없이 다국적 그리고 장르를 막론하고 다양한 아티스트들이 참가하고 있어 올해도 많은 기대와 관심을 가져 볼 만하다. 또한 초대작가 뿐만 아니라 꽃마을국제자연예술제에 자원봉사와 예술체험, 문화교류를 하기위해 찾는 국내외 7개국(한국, 대만, 스 페인, 프랑스, 폴란드, 멕시코, 러시아) 아트 캠퍼들만 보더라도 이제는 꽃마을이 부산 외곽의 작은 마을이 아닌 문화와 예술을 통해 세계와 소통하고 국제적 감각을 가진 문화마을로 탈바꿈하고 있는 곳임을 직감할 수 있다. 박제되고 정형화된, 관 주도의 문화마을이 아닌 지역 주민들과 함께하고 세계와 소통하는 이곳 꽃마을 이야말로 작지만 진정한 국제 문화마을이 아닌가 한다. 프랑스의 Alice Kaukoken, Blenno Die Wurstbrucke, 일본의 Miwa, 대만의 Kuei-chih Lee, 베트남의 Tran Dan, 국내의 성 백, 김경호, 싸다, 김유경, 김숙희, 노순천, 이정희, 정치성 작가가 입체 작품을 제작하고 박진경, 윤도영, 김광현, 황성규, 홍석진, 강 태우, 방기철, 강은정 등의 회화 작가들이 꽃마을과 마을 주변 등산로 등에 다양한 벽화 설치 작업들을 선보인다. 개막공연과 퍼포먼 스 초대아티스트인 일본의 Mocca, Yoshinaga Go, Fujieda Minori, 한국의 홍라무, 퓨전국악그룹 초아 등이 예술제를 더욱 빛 낼 것이다. 특히 작가 싸다(정종훈)는 예술제가 시작하기도 전인 6월부터 마을의 오래되고 낡은 마을 평상을 아트 캠퍼들과 함께 철거하고 새로 운 마을 커뮤니티공간(wood mark)으로 만들어 꽃마을 주민들로부터 좋은 호응과 평가를 받았다. 그리고, 아트캠프 기간인 7월 말부터 8월 14일까지 3주 동안 작가들 간 워크숍, 아티스트 토크, 작품활동을 통해 문화를 교류하고 국 내외 자원봉사자(아트 캠퍼)들과 함께 창작의 기쁨과 결과물들을 지역 주민들과 함께 나누었다. 전체 예술제 구성으로는 초대작가들의 작품전시와 야외 설치 및 공공벽화, 개막공연 등으로 진행되는 이번 예술제는 8월 15일 개막공 연 ‘숲에서 부는 소리’와 오프닝 퍼포먼스로 시작된다. 실내 전시는 9월 말까지 전시되고, 야외 설치작품들은 꽃마을을 지키면서 이곳 을 찾는 많은 등산객과 외부 관광객들을 기다리며 재료가 가지는 생명이 다할 때까지 꽃마을을 지키고 있을 것이다. 지난 여름의 뜨거운 열기보다 더 뜨겁게 예술에 대한 열정으로 한 달 가까이 꽃마을을 달구었던 예술가들과 아트캠퍼들의 결과물들 을 이곳 꽃마을에서 '예술의 숲을 거닐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제 부산꽃마을국제자연예술제 FINAF(Flower village Nature Art Festival)는 부산에서 유일하게 마을이름을 내건 국제예술제 로서 내년이면 10주년을 맞는다. 10년 가까이 주민과 호흡해오며 커뮤니티 아트의 정도를 걸어온 부산자연예술인협회는 국제적 네트워크를 다져왔고 이를 바탕으로 많은 문화예술 행사를 기획, 진행해왔다. 이러한 역량이 충분히 발휘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격려 부탁드린다.

- 성 백 부산꽃마을국제자연예술제 예술감독-


The Flower village International Nature Art Festival(henceforth FINAF) hosted by Busan Nature Artists Society, supervised by ARTinNATURE(cultural creation place) and sponsored by Busan Culture Foundation, Korean Culture Art Commission, Busan Bank, Seo-gu Office in Busan Metropolitan City has been held for 9 years this year. Begining from 2005, the FINAF is international community cultural art festival and became one of the most popular festivals in Busan which would mark a decade next year. In this year, the FINAF shows installation arts, creating place for public community, public murals, etc with the title of “strolling the forest of art.” to perform freely with exhibitions and music performances in the village and walking trails. As well as last year, FINAF is expected to held successfully owing to participation of various artists regardless of nations and genres. Not only invited artists, but also the art campers take part in the FINAF to do volunteer work, experience art and promote cultural exchange from native and foreign countries(Republic Of Korea, Taiwan, Spain, France, Poland, Mexico, Russia). And this shows that the Flower Village is not anymore just a uptown village in Busan but became international cultural place by holding the FINAF. The Flower Village is a genuine internationl cultrual village in aspect of proceeding the festival with local residents and communicating with foreign artists, not making progress in stereotypical way and dogmatically by administrative office. The several artists(Alice Kaukoken, Blenno Die Wurstbrucke f개m France, Miwa from Japan, Kuei-chih Lee from Taiwan, Tran Dan from Vietnam, Sung Baek, Kim Kyungho, Ssada, Kim Yugyeong, Kim Sukhui, Noh Suncheon, Lee Jeonghee, Jeong Chiseong from Korea) would make solid art works and the painting artists(Park Jingyeong, Yoon Doyeong, Kim Gwanghyeon, Hwang Seonggyu, Hong Seokjin, Kang Taewoo, Bang Gicheol, Kang Eunjeong) shows various murals installation works at the Flower Village and walking trails.And the performance artists(Mocca, Yoshinaga Go, Fujieda Minori from Japan, Hong Ramu, fusion korean classical music group-Choa from korea) also invited to the festival for opening act and performance. Especially, since June, the month before the festival begins, the artist Ssada(Jeong Jonghoon) has been received a favorable evaluation by local residents for replacing the old low wooden bench with new community place(wood mark) since June before the festival begins. Then, for three weeks(Art Camp period, the end of July~August 14th), he shared his joy with the local residents and art campers exchanging cultures thorough holding a workshop, talking with artists and showing art works between artists. There would be the exhibitions, outdoor installations, public murals, opening act of invited artists and the festival begins with opening performance ‘Sound blowing in forest’. The indoor exhibition shows until the end of september and the outdoor installation works show permanently pleasuring mountain climbers and tourists until the works go out of existence automatically. You are welcomed to see the advanced art works made with passion better than those of last year in the Flower Village, “Strolling the forest of art”. The FINAF(Flower village Nature Art Festival), the only international festival named after village, would mark a decade next year. For almost 10 years, communicating with the local people and keeping within the right boundaries of community art, the Busan Nature Artists Society has established international networks and projected many cultural art festivals. Your encouragements and interests would be always appreciated to do our best.

- Sung Baeg Busan flower villge international art festival art director -

5


야외전시 Open door Exhibition


강태우 Kang Taewoo 7 정치성 Jeong Chiseong 9 이정희 Lee Junghee 10 성 백 Sung Baeg 11 방기철 Bang Gicheol 12 Kyoko Miwa (JPN) 13 박진경 Park Jinkyoung 14 김숙희 Kim Sukhee 15 김유경 Kim Yukyung 16 Blenno Die Wurstbrucke (FRA) 17 싸 다 (정종훈) SSADA (Jeong Jonghoon) 18 Alice Kaukoken (FRA) 19 김광현 Kim Kwanghyun 20 김경호 Kim Kyoungho 21 황성규 Kyu Hwang 22 Tran Dan (VNM) 23 Kuei-Chih Lee (TWN) 24 강은정 Kang Eunjeoung 25 노순천 No Sooncheon 26 강태우&Blenno 27 홍석진 Hong Sukjin 28

7


강태우KangTaewoo

꽃마을을 찾는 분들에게 소소한 행복을 전해주고 싶은 마음으로 제작한 작품. 유머와 위트로 마을 곳곳에서 작지만 신선한 재미를 느낄 수 있다. It is a work of art with a hope that gives happiness to the people coming Flower Village. You can feel fresh fun with humor and wit in everywhere in the village.

Sign Stencil, Spray Lacquer


Sign Stencil, Spray Lacquer

Sign Stencil, Spray Lacquer

9 7


정치성JeongChiseong

존재와 존재를 가르는 보이지 않는 막을 느끼면서, 이 막의 형상을 ‘병’이라는 오브제의 윤곽선을 빌려 실재의 공간에 재현하는 작업이다. 작가가 말하고 있는 존재와 존재에 대해 간단히 예를 들자면, 예술과 사회를 공존하게 하는 것, 평면과 입체를 구분짓는 것, 강과 바다의 경계, 물과 기름 을 섞었을 때 보이지 않는 막을 표현하고 있다. 그리고 서로 비슷하지만 다른, 차이와 공존을 위한 것들을 위해 작업하는 것 이다. 이러한 의미로 작품들은 대체로 병의 형상들을 가지고 있으며, 그 병은 번데기와 같이 막 속에서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기 위해 탈피하려는 에너지 버블들이 표출되는 막의 흐름을 입체와 드로잉으로 표현하고 있다.

Energy Cocoon(1) FPR, Enamel paint

By feeling invisible film crossing between existence and existence, work of art realizes shape of film to real world on borrowing outline of object which is “bottles ”. If giving simple example between existence and existence, it expresses coexisting arts and society, separating plane and solid, boundaries of river and sea, and invisible film when mixing water and oil. Thus, the work is for difference and coexistence that look similar, but different. In this meaning, works almost have the form of ‘bottles’. ‘Bottles’ expresses flows of film which express energy bubbles to affect positive effect as solid and drawing.


이정희LeeJunghee 작업의 컨셉은 보물찾기다. 예술제를 찾는 관객들에게 어린 시절 소풍의 하이라이트였던 보물찾기 게임을 제안 한다. 마을 입구에 설치된 커다란 보물상자 이외에 보 물찾기 쪽지가 담긴 작은 상자를 마을 곳곳에 숨겨 놓 았다. 예술제를 관람하면서 쪽지가 담긴 상자를 찾아오 는 관객들에게는 작가의 추억이 담긴 인형을 선물로 받 게 된다. Concept of work is finding treasures. Flower village International Nature Art Festival (FINAF) suggests finding treasure games which are highlight of childhoods’ picnic. Except big treasure box in front of Flower village, we hide small box containing notes around the village. Watching FINAF, those who find small box with notes can get a doll containing memories’ of artists.

Treasure Hunt Plywood

9


성 백SungBaeg 구형태의 조형물의 외벽을 담쟁이가 자라도록 구 안쪽에 흙을 넣고 심는다. 구 안은 사람들이 들어가 쉴 수 있는 공간이 될 것이다. 작가는 인공적인 형태를 만들고 앞으로 자라날 담쟁이는 조형물을 새롭고 또 다른 이미지로 탈바꿈시킨다. 단순히 감상하는 조형물이 아니라 관람객들에게 휴식의 공간을 제공하는 퍼블릭 퍼니처의 기능을 하게 될 것이다. We plant ivy with soil in spheres of sculpture to make ivy grow through outer wall. Inner part of sphere will be the places that people could take a rest. Artists make artificial form and ivy which will grow will change sculpture into new image. It is not just watching sculpture, but providing places to relax to people. It also functions public furniture.

Messenger - 異空 (Other Spaces)Ⅱ Iron, Wood, Soil, Plants


방기철 BangGicheol 무심코 버려진 쓰레기로 인해 나무가 오염되면서 새로운 형태의 생명이 자라나게 되는데 이러한 돌연변이된 자연의 형태를 어떤 시각으로 바라볼 것인지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낸 작품이다. 기존의 순수한 자연에서 이질적인 존재로써 여겨질 것인지 아니면 변형된 자연 의 형태 또한 하나의 순수한 자연으로 여길 것인지...

Mutant Egg FPR, Skein of Thread

It is work of art that says story regarding how to view mutant which grows from polluted tree because of derelict garbage. This causes debates on whether it will be regarded different things on nature or modified form of nature.

13 1


KyokoMiwa(JPN) 이 작품은 다섯 캠퍼스와 이번 예술 축제에 참가하는 예술가의 합동작품이다. 그들은 자연에서 한 형태를 발견하고 이를 쫓 는다. 그리고 그들은 형태와 관련있는 자신들의 개인적 추억을 떠올린다. 마지막에 그들은 이를 짧은 문장으로 표현해 낸다. 우리 주변에 존재하는 형태들은 세상의 추억들을 이끌어낸다. This is a collaboration work with five campers and the artist who participated in an art festival. They find one form from nature and trace it. Then they remember their personal memories which they can associate with the form. Finally they expressed it in a short sentence. Forms exist near us leads to memories of the world.

Traces (Jasmine Billie, Ola Kosieradzka, Angela Chu, Jean Huang) Acril paint, Oil black ink


박진경 ParkJinkyoung 흙으로 빚은 작은 도자기조각들이 모여 사람모양을 이룬다. 이것은 사람이기도 하지만 흙이기도 하고, 숲이기도, 자연이기도 하다. 숲의 소리를 듣자! Small potteries by soil gather and then form human shape. This is not only human, but also soil, forest and nature. Listen the sound of forest!

Listen to the Sounds of Forest (숲의 소리를 듣다) Ceramic, Engobe

13 5


김숙희KimSukhee 세계 여러 각국이 사람들(작가, 캠퍼)이 여기 꽃마을에 모여 자기가 가장 편하게 생각하는 집이나, 마음의 고향으로 생각하는 집을 도자 작품으로 제작해 본다. People (artist, camper) around the world gather in the Flower village and make the most comfortable house or hometown in heart as pottery work.

House (집) Clay, Acrylic, Varnish


김유경KimYukyung 꽃마을을 가드닝하다! 꽃마을에서 발견한 식물들에 화분을 그려주는 작업을 통해 지나치기 쉬운 가치를 일깨운다. 틈새에서 생명들이 자라나고... 담벼락 아래, 바닥의 작은 틈에서도 생명들은 피어났다. 식물 들을 발견하고, 식물 그대로를 존중하는, 꽃마을을 구석구석 산책하는, 아주 작은 프로젝트. Garden Flower village. Painting pot to plants founded in Flower village realizes the value that is easy to go by. Plants are living in the crack, under wall and small crack in the ground. It is small project that finds plants, respects what they are, and walks around everywhere in the Flower village.

Flower Village Gardening Acrylic on wall and floor

7 115


BlennoDieWurstbrucke(FRA)

Aaran gallery teheran Staalplaat berlin Several exibition and workshop at l’ecu de france paris Working for the artist philippe meste galerie jousse

“이는 상호적 장치입니다. 보통 어디에 장치가 있든 당신은 색을 채우는 게임 과정을 계속해 나갑니다. 왜냐하면 거기에는 느낄 수 있 는 펜과 그릴 수 있는 스펀지 그리고 지울 수 있는 플라스틱이 있기 때문입니다! 처음에 이 장치는 분명 만들어 진 것이고 창작을 위 한 것입니다. 하지만 다시 이해해보면 이 장치는 ”예술의 문제는 무엇이며, 무엇이 창작인가?“라는 예술의 질문에 답하기 위해 만들 어 졌습니다. 이것이 어떻게 작동하나면 : 흰 종이 위에는 무채색 그림의 연속이 있는데, 위 아래가 거꾸로 될 때까지 계속해 덧씌운다. 다른 그림( 부산에 있는 곤충, 꽃 등과 같은 이미지)의 선은 섞이고 거대한 숲에서 볼 수 있는 듯한 일종의 추상을 만들어 낸다. 이는 정의내릴 수 없다. 마을의 다른 사람, 다른 나이, 종교 혹은 성별의 사람을 보기 위해 찾아온 번역가(이성욱)와 함께 그들에게 검은 선을 도구로 활용한 모든 작품의 “창작”을 부탁하였다. 하지만 구조로 검은 선을 사용한 이미지를 만들어 낸다는 아이디어와 모든 작품의 이득을 다른 선으로 지워버림으로 인해 문제가 빠르게 나타났다. 끝트머리에 있는 대부분의 사람들을 위해, 결국 이 예술 게임은 그곳에 좋 거나 나쁜 선이 없다는 것을 이해하는 도전이었다. ;작업에서 선들은 도구, 혹은 소재 혹은 법과 같은 의미를 지닌다. 그들은 다른 누군가에 의해 만들어진 선들의 그림을 사용하여 그들의 주관성을 보여줘야 했고 그들에게 있어 이는 몹시 새로웠다. 나 는 번역가의 도움과 끝트머리의 사람들이 자연의 에술과 그들의 상상력에 몹시 감사한다.” 그리고 나는 장치와 직접적으로 연결되어 모든 신체가 게임을 계속할 수 있도록 펜과 스펀지를 놔두는 것을 계속한다.(나는 누군가가 지웠다는 것을 알고 있다!! )

“It’s a interractive installation. Normally you can, wherever the installation take place, continue the coloring game process because there is felt pen and sponge to draw and erase on the plastic! At first this installation is clearly a tool made by and for creating. But in second understanding this installation was mad to fill what Art ask, what is Art problem, what is a Creation? How it works:On a white paper there is a succession of draw whithout colors, placed over and over, till upsidedown. The line of the different drawing (image of insect, flower etc.. from the area of Busan ) are mixed and make a sort of abstraction, like it could happen in a uge forest: the indefinible. With a translater (Seongwook Lee) whe came to see diferent person of the village, different age, religion or sex, to ask them to “Create” a oeuvre using the black lines as tools...... But quickly a problem appear with the idea of creating a image using some black lines as structure and by removing other lines for the benefits of the oeuvre! For most of the people of keutmael, finaly this art game was a challenge on understanding that there is no or good lines or bad lines; LINES in that work have the same meaning as TOOLS, or MATERIALS or also as LAWS. They had to show there subjectivity using the lines of a draw made by someone else, and for them it was very NEW. I thanks a lot the transletor for is help, and the people of keutmael for his imagination and art in nature.”And I repeat that I did put some pen and sponge that every body can continue the the game directly on the installation (I know thats somebody did remove it!!)

No Obsolescence (늙지 않는다는 것) Paint, Plastic sign


싸 다 SSADA (정종훈) (JeongJonghoon)

길을 가다 예쁜 집을 보면 유심히 관찰하게 된다. 자 재는 어떻게 썼으며 색상은 어떻게 조화를 이루었는 지... 그 집을 지은 사람의 성격은 물론 그 집에 살고 있는 사람의 성향까지... 그 집을 유심히 관찰하면 많은 것들을 알 수 있다. ‘컨트리하우스’는 마을 공 공정자이며 누구나 편히 쉴 수 있는 곳이다. 더운 여 름 해질녘 마을사람들이 모여 수박을 깨먹고, 어르신 들이 훈수를 내어가며 바둑을 두고, 파전을 붙여 막 걸리 한사발에 노래 한자락하고, 길가는 사람 잠시 엉덩이를 붙여 파스보다 더 시원하게 쉬어 갈 수 있 는 곳이다. 컨트리하우스는 이러한 평온한 경험과 기억들로 채 워질 것이다. 이 집을 유심히 바라보는 누구나가 이 집을 사용하는 이의 행복함과 집 지은이의 따듯한 마 음씀씀이를 알아주기를 바라본다. If there are beautiful house in walking, we would observe it closely: what materials it use and how color harmonized. It represent not only a person who construct it and but also people who live there. It we look at it closely, we could know lots of things. ‘Country house’ which allows everyone could take a rest is community space. In hot summer at sunset, it is a place where people eat watermelon together, seniors play the game of go, people eat pajeon(welshonion pancake) and drink makgeolli(raw rice wine), and passenger can take a rest there. Country house will fill up with these peaceful experiences and memories. We want anyone who looks at this house to know happiness for users of house and warm-heart of building house.

Country House Wood

19 7


AliceKaukoken(FRA) Love motel is something that doesn’t exist in France. It’s something over visible in the Korean’s city to protect something hidden and secret: love and sex. I like this paradox of an over visible secret. A lot of people have got some issues to be in a relationship with someone, to figure how to connect. We would like to be close but something put us apart. Love motel is an installation for two people and one audience. The box in divided in two parts by a sheet of wood placed in the middle. On this limit are written love notes. The two people inside the box seems to be in the same space but are separated in the reality. If they read the love notes it’s like they are looking at each other, trying to connect but actually they’re not. It creates this illusion and this strange situation for the external audience, or is it a voyeur? 작가는 부산에 와서 곳곳에 모텔이 즐비한 풍경을 보고 흥미와 놀라움을 동시에 느꼈다. 과연 저 많은 모텔들이 순수하게 연인들만을 위한 것이냐고, 불륜과 어두운 사회의 단면을 보여주는 것은 아니냐고.. 모텔이 없을 것 같은 꽃마을에도 러브모텔을 설치함으로써 이러한 점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우리 사회에 되물어보고 있다.

Love Motel Wood, Paint


김광현KimKwanghyun 향기가 멀수록 더욱 맑으며 우뚝 깨끗이 서 있는 품은 멀리서 볼 것이요, 다붓하여 구경하지 않을 것이니, 그러므로 연은 꽃 가운데 군자라 한다. 라는 말이 있듯이 꽃마을의 맑고 따듯한 향이 오랫동안 은은히 퍼질수 있기를 기원하는 마음에 작업을 하였다. The further scent is, the clearer it is. We can see shape which stands high above in the long distance. We won’t see it closely. Thus, lotus is called ‘man of virtue’. The mind when working of art wishes clear and warm scent of Flower village to spread for long time.

2Hot Paint

1 29 1


김경호KimKyounghyun

꽃마을에 희망을 가져다주는 나무. 스틸봉과 스테인레스 스틸판으로 야외형 조형물을 제작, 세계 각국의 캠퍼들과 함께 한 공동작업이어서 더욱 의미가 깊다. This tree gives hope to Flower village. It is especially significant because camper of all around the world work together and it is outdoor sculpture made from steel pillar and stainless steel board.

Tree of Hope (희망나무) Stainless steel


황성규KyuHwang ‘예술의 숲을 걷다’라는 전체 주제에 맞게, 작가 본인의 모티브 중 하나 인 나무토막 시리즈를 벽화로 재해석 해본다. 현대인의 삶을 자연에 빚대어 표현한 작품이다. 잘려진 나무 토막들의 단면에, 나이테 대신 개개인의 내면을 나타내주는 밝은 칼라들이 있다.

Flower Village Gardening Acrylic on wall and floor

Tree stumps 13-1 (그루터기 13-1) Mixed media

Fitting whole subject of ‘walking around forest of art’, artist reinterprets series of ‘pieces of wood’ that is one of artist’s motive into all painting. It likens life of modern people to nature. In a cut cross section of wood, there are bright colors which represent inner side of individuals instead of tree ring.

23 1


TranDan(VNM)

우리의 미래를 위한 인간-환경-친화적인 재활용 작품. 레지던시 지역에 널려있는 재료인 ‘막걸리’ 병과 폐타이어를 이용하여 ‘인간’ 모양을 형상화하였다. A human-environment-friendly recycle work for our future. I used the local-friendly material ‘Makkoli’ bottle and the car tire that I picked in Flower village for my artwork.

Xin chao, Makkoli Makkoli plastic bottle, Car wheel


LeeKuei-chih(TWN)

이곳은 곳곳에 돌이 많은 소나무숲이다. 바람이 부는 돌길을 따라, 고요하고 비밀스러운 땅이 산속에 위치 해 있고, 나무의 숨결을 통해 사람과 자연이 하나로 함께 연결된다. This is a pine forest with stones everywhere. Along with the winding stone road, there is a secret and quiet land in the hill, and connect the nature and people together into one unit through the woods’ breath.

Untitled Wood, Stone

23 5


강은정KangEunjeoung

외진 귀퉁이에 한적한 벽면이 어둡지 않도록 밝고 화사한 이미지를 구상, 보다 따뜻한 마음을 새겨보는 의미있는 작업을 진행하였다.

It is significant work that prints warm heart, planning bright images in the surface of wall.

Happy Day Acrylic


노순천 NoSooncheon 공간에 철선으로 그림을 그린다. 속이 훤히 보이는 텅 빈 작품이기 때문에 어디에 놔둬도 그 공간을 그대로 담는다. 복도에 놓으면 복도를, 잔디에 놓으면 잔디를, 물에 넣으면 물을 담는다. 그렇게 공간도 작품의 한 요소가 된다. It is painting drawing with wire in the space. Because it is empty and could see inside of it, it contains any spaces wherever it places. If we place this in aisle, it contains aisle. If we place this in grass, it contains grass. And if we place this in water, it contains water. In this way, space could be one factor of work of art.

Two face Steel

25 7


강태우+Blenno(FRA)

강 태 우: 한국 작가와 프랑스 작가의 콜라보레이션(협업)작업. 즉석에서 동전던지기를 통해 작업 순서를 정한 작품. Kang Taewoo: It is collaboration work of Korean and French artist. It sets the order of work through pitching pennies.

Blenno: The title is 코딱코딱코딱코딱지! I wanted to do a half face with a Korean artist on a wall using the leaves as a hear and the wall as a skin.

I don’t talk kottakji Paint


홍석진 HongSukjin 동물과 자연과 사람이 하나되는 페인팅 작품. 우스꽝스럽기도 하고 괴기스럽기도 하지만밝고 경쾌한 색감으로 자연 속 ‘동물원’을 표현하였다. It is painting that makes animal, nature and human united. It looks funny and ridiculous but it expresses zoo in the nature with bright colors.

Zoo Mixed media

29 7


실내전시 Indoor Exhibition


강은정 Kang Eunjeoung 31 김광현 Kim Kwanghyun 32 강태우 Kang Taewoo 33 김경호 Kim Kyoungho 34 김숙희 Kim Sukhee 35 김유경 Kim Yukyung 36 노순천 No Sooncheon 37 박진경 Park Jinkyoung 38 방기철 Bang Gicheol 39 성 백 Sung Baeg 40 싸 다 (정종훈) SSADA (Jeong Jonghoon) 41 윤도영 Yoon Doyoung 42 이정희 Lee Junghee 43 정치성 Jeong Chiseong 44 홍석진 Hong Sukjin 45 황성규 Kyu Hwang 46 앨리스 Alice Kaukoken 47 교코 미와 Kyoko Miwa 48

31


강은정KangEunjeoung

2012 Story...ing 15.8X22.7cm_Mixed media _2012

부산미술대전.입선 개인전2회 청년작가전 다수 국제아트캠프 참여 부산미술제 참여


김광현 KimKwanghyun

개인전 2011 제1회 “Hi BRID展” 캐나다 단체전 2013 “친한 척 하기展” 2인전. 대구 2012 “Youth&History” ARTinNATURE. 부산 2012 “通感 展” 부산 2011 “폐품수집일展” 부산 2010 “倉固 展” 부산 2009 “WSA” 2008~2010 “종합선물세트 展” 부산 2007 “때를 밀다展” 부산

Moodcela 1.5 72.7X50.0cm_Acrylic colors on canvas_2013

33 1


강태우KangTaewoo

Head( 頭 -두)

80X90cm_Korean ink on paper_2013

2007 국제 현대 미술제 부스전 중국 위해 미술관 작품소장 2007 ‘행복하게 죽고 싶다.’ 개인전 2008 ‘거짓말’ 개인전 2011 ‘투걸스’ 개인전 KT&G 지원 ‘유쾌함의 절정’ 참여, 전시기획 2회 사랑과혁명 소극장 뮤지컬 ‘애정만세’ 무대미술 액터스 ‘고도를 기다리며’ 무대미술 액터스 ‘에쿠우스’ 무대미술 제1회 대한민국 미술전람회 부산공모 특선 제12회 소사벌 미술대전 특선 2012 ‘행복하게 죽고 싶다2’ 개인전


김경호KimKyounghyun

2011 Art work & diary (후쿠오카 art space tetra) Watagata Arts Festival (후쿠오카 아시아 미술관) 부산전업미술인 아트페어 (부산문화회관) The International Exhibition of Contemporary Sculpture(Miyazaki Airport) 55회 미술동인혁정기전 (부산문화회관) 2010 어린이대공원 만남의광장 시계탑 제작 2009 2회 김경호 개인전 (부미아트홀. 부산) 2005 1회 김경호 개인전 (엄태익 갤러리. 부산) 2002 천마산 조각공원 조형물 제작

Swimming(유영) 20X25cm_Bamboo, Korean Paper_2012

33 5


김숙희KimSukhee

2012.분청도자 공모전 동상 2011.대한민국공예품대전(부산예선대회) 입선 2010.분청도자 공모전 입선 2013. 아트 홈 테이블 페어 - 벡스코 2013. 부산도예가회 정기전 - 해양사박물관 2013. “사랑 나누다”전 – 용두산 미술의 거리 아트홀 2012. 아트스페이스전 - 부미아트홀 2012. 부산도예가회 - 부산시청전시관 2012. 문화센터단체전 - 연제구청 2012. 김숙희 도예전 - 부산대학교아트센터

Fly 35X35cm_Ceramic_2012


김유경KimYukyung

개인전 2013 나는 네게 꽃이었고 너는 내게 공기였다展 (대안공간 눈, 수원) 단체전 2013 SDU ART PRIZE, 세종문화회관, 서울 신진작가 2인전, 줌갤러리, 서울 2012 호접몽, 이노갤러리, 서울 광화문국제아트페스티벌, 세종문화회관, 서울 2011 light room, Nabia Art nature gellery, 독일 홍익여류전, 인사아트센터, 서울 2010 유니즌, 성균관대학교, 서울 나르시스의 방, 백송화랑, 서울 아시아프, 성신여자대학교, 서울 2009 아시아청년미술축제, 옛 기무사 건물, 서울 우수작품전, 동덕아트갤러리, 서울 소수정예주의, 갤러리 영, 서울 와원전, 홍익대학교, 서울

Flower Village Gardening Photos about outdoor exhibition_2013

35 7


노순천NoSooncheon

개인전 2011 MAKE a Drawing (아트갤러리 유 /부산) 2010 Balloon (갤러리 ART3325 /마산) 2009 당신을 위한 사물들 (갤러리 라메르 /서울) 2008 노순천 전 (나가사키코쿠라야갤러리 /일본) 단체전 2013 이력서 전 (스페이스1326 /창원) 영아트 전 (브릭홀 /나가사키) 2012 한국현대조각초대전 (호반광장 /춘천) 폐허프로젝트 (경남도립미술관 /창원) 2011 아시아 미술제 (315아트센터 /창원) 사물의 대화 (작은공간 이소 /대구) 바다미술제 (송도 /부산)

Face 100X100X25cm_Steel_2013


박진경 ParkJinkyoung

해운대도예가회 회원 2008년 4회~2013년 9회 부산꽃마을국제자연예술제 초대 2007년 1회~2010년 4회 해운대도예가회 회원전 2011년 영호남 도예가회 교류전 (부산 시청) 2011년 지역사회 문화예술교육 활성화 지원사업 교육 책임자 2012년 영호남 도예가회 교류전 (은암미술관) 2012년 부산 관광기념품 공모전 특선 (부산광역시) 2012년 제15회 대한민국관광기념품 공모전 입선 (문화체육 관광부, 한국관광공사)

Clamor (아우성) 15X15X25cm_Ceramic, Engobe_2013

39 7


방기철BangGicheol

2013 한일 리싸이���링 아트전 2012 제8회 부산도시철도 예술제 2010 제1회 부산항 빛축제 은상

Birds struggle to emerge from the eggs (새는 알에서 나오기 위해 투쟁을 한다) 30X15X15cm_FRP_2012


성 백 SungBaeg

개인전 2011 조각 개인전“이야기하지 못한 기억” 전 tcc art센타 초대전 서울 2011 퍼포먼스 설치 “이야기하지 못한 기억” 전 플레이스 막 서울 2011 부산 독립예술제 초대 퍼포먼스 설치전 up stair 부산 2000- 2011 Internet Live Performance 7회 진행 단체전 2012 한국ARTinNATURE 대만 ping pong, OCAC 네트워크 퍼포먼스 2011 왔다갔다 아트페스티발- 후쿠오카 아시아 미술관 2010, 2011 미야자키 국제조각제 2009, 2010 일본 ABIKO 국제야외미술제 2009 북경 798 “Open the new Door” 한국청년작가 초대전 2008 금강자연비엔날레 2008 북경송좡문화예술제 2008 북경 좌우예술지구 99텐트 99꿈 하나의 세계

Messenger-072013 30X200X30cm_ Stainless steel, Stone_2013

3 49 1


싸 다 SSADA (정종훈) (JeongJonghoon)

2010 2회 개인전 (대안공간 아지트) 2001 1회 개인전 (금정문화회관) 2011~ 팜트리 가구공방 운영 2007~2009 그래피티샵 운영 및그래피티행사 기획 및 참여

Wood work 30X30cm_Photo_2012


윤도영 Y oonDoyoung

개인전 2011 고무나라 RUBBER BAND 100% (가나아트스페이스/서울, 갤러리아트3325/창원) 2010 손목에 낀 노란고무줄(아트갤러리모금/창원) 단체전 2012 페허프로젝트(경남도립미술관/창원) 2010 ECO아카이브전(롯데갤러리/광주) 스무살의 고백전(부산대아트센터/부산) 2009 드로잉전(대안공간마루/창원) 2008 우리집이야기전(경남도립미술관/창원) 미지근한전(대안공간마루/창원) 2007 배꼽전(창동빈점포/창원) 2006 부산비엔날레 바다미술제(해운대/부산)

Amber series-두 마리(2Ants) 45.5X37.9cm_FRP, Canvas_2013

Amber series-아홉 마리(9Ants) 65.1X53.0cm_FRP, Canvas_2013

Amber series-열여섯 마리(16Ants) 65.1X53.0cm_FRP, Canvas_2013

43 1


이정희LeeJunghee

개인전 2011 고무나라 RUBBER BAND 100% (가나아트스페이스/서울, 갤러리아트3325/창원) 2010 손목에 낀 노란고무줄(아트갤러리모금/창원) 단체전 2012 페허프로젝트(경남도립미술관/창원) 2010 ECO아카이브전(롯데갤러리/광주) 스무살의 고백전(부산대아트센터/부산) 2009 드로잉전(대안공간마루/창원) 2008 우리집이야기전(경남도립미술관/창원) 미지근한전(대안공간마루/창원) 2007 배꼽전(창동빈점포/창원) 2006 부산비엔날레 바다미술제(해운대/부산)

Treasures for winners (보물찾기 상품) Variable installation_Jeans_2013


정치성JeongChiseong

2013 이력서展 (SPACE 1326/마산 창동) 2013 제1회 창원대 국제교류예술제 (창원대학교 전시실/창원) 2013 !8 STEPS+ (gallerie RECOLTE/후쿠오카, 일본) 2012 창원신진작가초대전 (3.15아트센터/마산) 2012 한,중 교류미전(창원대학교 전시실/창원) 2012 OWL PROJECT drawing exhibition (창원대학교 전시실/창원) 2011 DRAWING EXHIBITION (창원대학교 전시실,지노레스토랑/창원) 2011 창원 성산미술대전 (성산아트홀/창원) 2010 ‘OVER HAUL’1st 창원,경상대학교 교류전 (창원대학교 전시실/창원)

Energy Cocoon(4) 6X6X26cm_Enamel on glass bottle_2013

43 5


홍석진HongSukjin

2013 부평 아트스페이스 “figure of speech” 2인전 2013 문화공간 쌈 “악덕의 동물원” 개인전 2012 도화헌 갤러리 “봄 도다리” 단체전 2012 대안공간 통 “몸의 정신/정신의 몸” 단체전

Zoo 15X15cm_Mixed media_2013


황성규KyuHwang

2013 개인전. 갤러리 바네사 프로젝트. 서울 2013 개인전. 갤러리 움. 서울 2012 그룹전. Galerie Artpark. 파리 2012 개인전. 백운 갤러리. 서울 2011 개인전. Kafka’s. 밴쿠버 2011 개인전. Collage Collage Gallery. 밴쿠버 2011 그룹전. Vans Warped Tour. 미주 순회 2011 그룹전. Design for Humanity. 엘에이 2011 개인전. Upper Room Gallery. 밴쿠버

Cloud series 2 (구름시리즈2) 38X28cm_Giclee print_2013

Cloud series 1 (구름시리즈1) 28X38cm_Giclee print_2013

Cloud series 3 (구름시리즈3) 38X28cm_Giclee print_2013

45 7


AliceKaukoken(FRA)

2013 Busan Flower village International Nature Art Festival (Busan, Korea) 2013 International Performance art In Busan (IPIB) performence (Busan, Korea) 2012 Performance Festival “Trouble” programming (Brussel, Belgium) Education : Ecole superieure des arts-decoratifs”, Superior Art school, set design / performance, Strasbourg, France

LA PEUR EN Moi Performance accessories, drawings, pictures_2013


KyokoMiwa(JPN)

Scenery observation

Solo Exhibition 2013 Gallery-58 (Tokyo, Japan) 2013 Gallery-Towal (Fukuoka, Japan) 2010 “Covert crystal” Chigusa Hotel (Fukuoka, Japan) 2010 Gallery-58 (Tokyo, Japan) 2010 3gosoko (Fukuoka, Japan) 2009 Gallery-58 (Tokyo, Japan) 2009 Gallery Maizuru (Fukuoka, Japan) 2008 “Empty navigation” 3gosoko (Fukuoka, Japan) 2008 “GOLDEN ELEMENT” noconico cafe (Fukuoka,Japan) 2007 “Landmark at infinity” 3gosoko (Fukuoka, Japan) Group Exhibition 2011 “Machinaka art Gallery Fukuoka 2011” Fukuoka city hall square (Fukuoka, Japan) 2011 “10th Anniversary Exhibition ‘first decade’ ” 3gosoko (Fukuoka, Japan) 2011 “Wakuwaku Shibuya” Tokyo Wonder Site Shibuya (Tokyo, Japan) 2010 “Busan&Fukuoka Exchange Exhibition” ARTinNATURE (Busan, Korea) 2010 “ARITA-mobile” Tomiemon pottery (Saga, Japan) 2009 “North-South-East-West in Japan” Fukuoka Asian Art Museum (Fukuoka, Japan) 2009 “Secret Base” ARTLIER (Fukuoka, Japan) 2009 “BOOTH EXHIBITION” 3gosoko (Fukuoka, Japan / 2007.2008.2009) 2009 “Art Desk Project” KIKI PLACE (Fukuoka, Japan)

22.2X30X32cm_Wood panel, Blueprint Paper_2013

Foretell 25X25X3.2cm_Wood panel, Photo, Oil ink_2012

49 7


개막식, 현장스케치 Opening Ceremony, Field Sketch


51


개막식OpeningCeremony

Physical Poet 한일 합동 부토 공연 Hong Ramoo(한국) Students of Mushimaru Fujieda (JaMocca(일본) pan), who connected with international residence of ARTinNATURE in 2012, Yoshinaga Go(일본) came to Flower village and celebrated Minori Fujieda(일본) opening ceremony for FINAF in 2013. Mushimaru Fujieda, who is extreme expressionism performer, works actively 맺은 Mushimaru Fujieda(일본)의 제자들이 2013 in Japan and spreads Butoh to dancers 년에도 꽃마을을 찾아 FINAF를 위한 개막식을 빛내 and students in Japan. In this year’s 주었다. 그는 극적 표현주의의 퍼포머로 일본에서 왕 visit, we could enjoy 4 people’s joint Butoh performance which performed 성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으며 일본의 많은 무용인과 by Mushimaru Fujieda’s daughter, 제자들에게 부토를 전파하고 있다. 이번 방문은, 그를 Minori Fujieda(Japan) and students: 제외한 그의 제자 Mocca(일본), Hong Ramoo( Mocca(Japan), Hong Ramoo(Korea) and Yoshinaga Go(Japan). 한국), Yoshinaga Go(일본), 그의 딸 Minori 2012년 ARTinNATURE의 국제레지던스로 인연을

Fujieda(일본)가 함께 해 퍼포먼스 아티스트 4인의 Butoh is a genre of dance which births from combining Japanese classical 합동 부토 공연을 감상 할 수 있었다. dance, Noh [能] and Kabuki [歌舞伎], ‘부토’는 일본의 전통 예술인 노[能]와 가부키[歌舞 and western modern dance. It keeps 伎]가 서양의 현대무용과 만나 탄생한 무용의 한 장 away from cultural fancy with avantgarde style and dances with nasty and 르이다. 아방가르드의 면모를 띠어 문화적 화려함을 disgusting appearance. It enlarges 멀리하면서 징그럽고 흉물스러운 육체로 춤을 춘다. consciousness of dance that beauty is 이것은 아름다운 것만이 미가 아니라는 무용 의식의 not only factors of beauty. Butoh paints white to dancer’s face and represents 확장을 의미한다. 부토는 무용수들의 얼굴을 하얗게 impersonality. Butoh handles death, 칠해 몰개성을 나타내며 주로 죽음이란 주제를 다뤘 so-called ‘dance of dark’ or ‘dance 는데, ‘암흑의 춤’이나 ‘죽음의 춤’으로 불리며 세계적 of death’ and leads attention all over the world. Founder is known as Kazuo 인 관심을 끌었다. 창시자는 히지카타 다쓰미와 오노 Ohno and Tatsumi Hijikata. 가즈오로 알려져 있다.

Fusion traditional music group Cho-A 퓨전국악그룹

초아 Piano Kim, Young - Jun피아노 김영준 Flute Im, Jin-He 피 리 임진희 Aerophone Hwang, Mi - Jeong 대 금 황미정

Cho-A is Aerophone, Flute, 초아는 대금, 피리, 해금, 베이스, 피아노, Chordophone, Bass, Piano, 타악연주자 6명으로 구성된 젊은 국악팀 Young traditional music 입니다. 스스로 초아의 음악을 얼터너티브 percussion player team consisting of six members 국악이라 이름 짓고, 언제 어느 때나 It is.Alternative music of 모두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연주를 하고자 Cho-A Building a traditional 곡을 직접 만들고 즐겁게 연주하는 music called name At any time That can impress 창작국악팀입니다. everyone wants to play, create your own fun song to play Creative team of Traditional Music


53 1


현장스케치FieldSketch

꽃마을국제자연예술제 세미나 현장

도자기 체험 중인 아트캠퍼들

정종훈 작가를 도와 합판 절단

작업 중 잠시 휴식 중? 회의 중?

개인 창작 체험에 집중하는 친구들

작가님으로부터 열심히 설명을 듣는 캠퍼들


한국식 전을 부치는 해외 캠퍼

아티스트 모카 아사코의 퍼포먼스 리허설

중복 날 삼계탕 손질하기

박진경 작가님의 벽화 작업 중

시멘트를 작업 전에 물을 뿌리는 캠퍼

홍라무 작가의 부토 워크샵

53 5


현장스케치FieldSketch

김숙희 작가님과 도자기 체험

김경호 작가님을 도와 시멘트 반죽중인 캠프 리더

식사 준비하는 여자 캠퍼들

프랑스 아티스트 블레노의 프레젠테이션에 집중

작가님을 도와 작업 중인 캠퍼들과 아티스트들

자연예술제 오프닝 퍼포먼스 연습 중


이정희 작가님과의 아티스트 토크 시간

정치성 작가님의 작품이 들어갈 자리에 기초작업을 하는 중

구워진 도자기에 채색할 준비 중

다같이 모여서 회의 중

홍석진 작가님의 페인팅 설치 작업 중

정종훈 작가님의 작업 과정을 지켜보고 있는 마을주민들

55 7 5


현장스케치FieldSketch

항상 고생하는 캠프 리더

예술제 개막을 앞두고 열작 중

재미있는 벽화 그리기

작업 과정 및 일 분배 회의 중

일하러 가세~ 룰루랄라~

대만 캠퍼 Huang의 중화요리 맛은?


노순천 작가는 지금 작업 중!

내 일처럼 일하는 캠퍼들

채색에 열심인 한국, 대만 캠퍼들

모카 아사노의 워크샵 현장

방기철 작가님과 그의 완벽한 헬퍼, 폴란드 캠퍼 ‘올라’

첫 인사는 가볍게...

59 7


2

0

1

3

B U S A N FLOWERVILLAGE INTERNATIONAL N A T U R E A R T F E S T I V A L 발간 부산자연예술인협회 예술 감독 성백 전시 감독 김경호 현장 감독 방기철 큐레이터 조선미, 박미선 편집,디자인 박미선 사진 성백 주최 부산자연예술인협회 주관 부산꽃마을국제자연예술제운영위, ARTinNATURE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부산문화재단, 부산은행, 부산광역시, 남양모방(주) *본 행사는 ‘2013년도 부산문화재단 메세나 활성화지원사업’, ‘BS금융그룹 행복한 금융 문화예술 봉사활동 지원사업’의 일부지원으로 시행됩니다. 발행일 2013년 10월 주소 부산광역시 서구 서대신동 꽃마을로 169번길 57-52 대표전화 051 900 5302 이메일 artinnature@naver.com 홈페이지 www.finaf.net facebook.com/artinnature cafe.naver.com/artinnature

본 도록에 실린 모든 글과 사진은 부산자연예술인협회의 사전 동의 없이 사용할 수 없습니다.


2013 부산 꽃마을 국제자연예술제